논문 상세보기

대한정치학회> 대한정치학회보> 제20대 대통령선거와 ‘급진좌파’

KCI등재

제20대 대통령선거와 ‘급진좌파’

The 20th Presidential Election and the Radical Left

채장수 ( Chae Jangsoo )
  • : 대한정치학회
  • : 대한정치학회보 30권3호
  • : 연속간행물
  • : 2022년 08월
  • : 199-222(24pages)
대한정치학회보

DOI

10.34221/KJPS.2022.30.3.8


목차

Ⅰ. 서론
Ⅱ. 개념
Ⅲ. 상황
Ⅳ. 이슈
Ⅴ. 결론
참고문헌

키워드 보기


초록 보기

본 연구는 이념의 일관성과 활동의 연속성을 가지고 주요한 정치사회적 이슈에 대한 참여와 발언을 지속하고 있는 ‘급진좌파’라는 소수 정치집단의 현재성을 자세히 검토했다. 이를 위하여 먼저 ‘좌파’(진보-좌파)와 ‘급진’(중도-급진)의 개념적 분리를 통하여, 급진좌파를 ‘좌파로서의 정체성’(탈자본주의적 지향성)과 함께 ‘급진으로서의 정체성’(사회주의로의 근본적 전환)을 함축하는 정치이념 집단이라고 규정했다. 그리고 제20대 대선의 주요 상황에 대한 평가를 중심으로, ‘좌파의 좌파’ 집단의 현재적 인식와 지향을 살펴보았다. 여기에서는 이번 대선 과정에서 두드러지게 나타난 좌파집단의 타협적 선거주의가 노동대중에게 자본주의 체제에서 선거에 대한 환상만 심어주었을 뿐, 오히려 좌파의 정치적 입지를 축소시켰다는 급진좌파의 주장을 검토했다. 또한 본질은 철저한 부르주아지 계급정당임에도 불구하고 마치 사회적 약자의 이해를 대변하는 진보정당인 것처럼 대중을 기만하면서, 자신의 정치적 이익을 도모하는 민주당에 대한 급진좌파의 비판을 살펴보았다. 이후 급진좌파 특유의 인식을 선명하게 확인할 수 있는 제20대 대선의 주요 이슈를 중심으로, 급진좌파의 인식과 지향을 살펴보았다. 여기에서는 중도적 온건좌파 정당의 이미지를 구축하려는 정의당의 수정주의에 대한 혁명주의적 관점의 비판을 검토했다. 그리고 기존 사회질서에 저항하는 유력한 흐름을 대표하는 젠더평등론적 페미니즘의 탈계급적 관점에 대한 급진좌파의 부분 수용-전면 비판의 논리를 살펴보았다. 결론에서는 이상의 내용을 정리하면서, ‘대중적 상식’과는 거리감이 있지만 분명한 존재 가치를 지닌 급진좌파에 대한 간략한 비평으로 논의를 마무리했다.
This study examined the presentity of a minority political group called the ‘Radical Left’ with consistency of ideology and continuity of activities. The main contents are as follows.
First, through the conceptual separation of ‘left’ and ‘radical’, it defined the radical left as a group of political ideological group that implies ‘identity as a left(post-capitalist orientation)’ and ‘identity as a radical(fundamental shift to socialism)’.
Second, this study examined the current perception and orientation of the ‘left-wing within the left’ group, focusing on the evaluation of the main circumstances of the 20th presidential election. Here, it reviewed the argument of the radical left that the compromising electoralism of the left group has rather reduced the political position of the left during the presidential election. It also reviewed the criticism of the radical left against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which deceives the public as if it were a progressive party representing the interests of the socially underprivileged, despite being a thoroughly bourgeois-class party.
Third, this study examined the current perception and orientation of the radical left, focusing on the main issues of the 20th presidential election in which the radical left’s unique perspective was clearly identified. Here, it reviewed the criticism of the revolutionary perspective on the revisionism of ‘The Justice Party of Korea’, which seeks to build the image of a centrist moderate left party. It also reviewed the radical left's ‘partial acceptance-overall criticism’ on the post-class tendency of feminism based on gender equality, which represents a trend of resisting the existing social order.
In the conclusion, this study raised the task required for the political survival of the radical left, which is far from ‘public common sense’, but has its own value. It was ‘real alternative and reflection’ rather than ‘clear criticism and declaration’.

UCI(KEPA)

간행물정보

  • : 사회과학분야  > 정치/외교학
  • : KCI등재
  • :
  • : 계간
  • : 1229-5469
  • : 2671-5384
  • : 학술지
  • : 연속간행물
  • : 1999-2022
  • : 964


저작권 안내

한국학술정보㈜의 모든 학술 자료는 각 학회 및 기관과 저작권 계약을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이에 본 자료를 상업적 이용, 무단 배포 등 불법적으로 이용할 시에는 저작권법 및 관계법령에 따른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30권4호(2022년 11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광장의 진화와 5ㆍ18 민주항쟁 그리고 기억의 정치

저자 : 강우진 ( Kang Woojin )

발행기관 : 대한정치학회 간행물 : 대한정치학회보 30권 4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27 (2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5ㆍ18 민주항쟁 당시 광주공동체는 광장과 함께 출현했다. 광장은 학살과 저항의 공간이었으며 추모와 연대의 공간이었다. 이 과정을 통해서 광장에서 집단적 정체성이 형성되었으며 광주공동체가 탄생했다. 5ㆍ18 민주항쟁 이후 광주항쟁에 대한 집합 기억이 재현되고 재전유 되는 과정은 한국 민주화 과정과 정보통신 기술의 급격한 변화에 영향을 받았다. 이행기 정의로서 광주 문제의 처리 과정에서 정의를 통해서 다가가지 못한 진실은 이후 정치적 갈등의 원천이 되었다. 정보통신 기술의 급격한 발전으로 기억의 정치가 충돌하는 장소가 광장에서 사이버 공론장으로 이동했다. 소셜네트워크와 유튜브의 일상화로 급변화된 미디어 환경은 5ㆍ18 민주항쟁에 대한 왜곡 담론을 강화했다. 민주주의의 진전과 함께 5ㆍ18 민주항쟁 광주사태에서 광주민주화운동으로 나아가 세계 속의 광주로 확장되는 동안 집단적 기억을 둘러싼 정치적 투쟁을 오히려 격화되었다. 5ㆍ18 민주항쟁을 둘러싼 담론 투쟁이 여전히 진행 중이며 5ㆍ18 민주항쟁은 지난 역사로서 '광주'와 '민주화 운동'의 틀에서 머물러 있다.


At the Gwangju Uprising, the Gwangju Community appeared along with the square. The square was a space of massacre and resistance, remembrance and solidarity. A collective identity was formed in the square through this process, and the Gwangju Community was born. The process of recreating and re-appropriating the collective memories of the Gwangju Uprising after the Gwangju Uprising was influenced by the Korean democratization process and rapid changes in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technology.
In dealing with the Gwangju issue as transitional justice, the truth that could not be reached through justice became a source of political conflicts afterward. With the rapid development of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technology, the place where the politics of memory collide has moved from the square to the cyber public forum. The rapidly changing media environment due to the daily use of social networks and YouTube reinforced the distorted discourse about the Gwangju Uprising.
As democracy progressed, the political struggle over collective memory intensified. At the same time, the Gwangju Uprising expanded from the Gwangju Incident to the Gwangju Democratization Movement and grew to Gwangju in the world. The discourse struggle over the Gwangju Uprising is still ongoing, and the Gwangju Uprising remains within the framework of 'Gwangju' and 'democratization movement' as history.

KCI등재

2贸易预期与国家间冲突:中越经济-安全联动研究

저자 : Hu Jiayu , Chung Youngjune

발행기관 : 대한정치학회 간행물 : 대한정치학회보 30권 4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29-49 (2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经济相互依赖是否减少国家间冲突的可能性?这个问题在学界引起长时间的争论。自2008年建成全面战略合作伙伴关系后, 中越经贸关系发展迅速, 贸易总额持续增加, 相互依赖不断加深。但是经济的紧密联系似乎未能发挥稳定安全关系的效用, 两国在安全领域尤其在南海问题上摩擦频繁。无论是理论上还是实践上, 这种现象引人深思。为解释这一问题, 本文尝试以“贸易预期理论”分析中越两国“经济-安全联动”(economic-trade nexus), 分析经济相互依赖在中越安全-冲突博弈中的作用。首先, 本文发现越南对华贸易预期受到相对收益、民族主义以及域外大国干预的冲击, 越南由此产生的消极预期促使低级别冲突的频繁发生。其次、贸易逆差的扩大冲击了越南对华的贸易预期, 而此阶段越南选择拉近与美国的关系, 以减少对中国的脆弱性依赖。最后, 越南面临“退出成本-发起冲突”的困境, 冲突激化将使越南背负潜在的经济损失, 因此相互依赖发挥了制约作用。中越两国虽然摩擦频繁, 但并未转化成高级别的危机和冲突, 符合贸易预期模型的假设。


Does economic interdependence reduce the possibility of inter-state conflict? The economic-security nexus question has long been an enduring topic in the study of international politics. This article analyzes the economic-security interaction in China- Vietnam relations since their establishment of a comprehensive strategic cooperative partnership in 2008. Despite their deepening trade relations, the two countries have encountered frequent security conflicts, particularly in the South China Sea. To explain the causes of this phenomenon, the authors use the “trade expectation theory” to analyze the impact of economic interdependence for China-Vietnam conflicts. The study finds that Vietnam's trade expectations with China is affected by relative gains, nationalism, and third-party intervention of great powers, which in turn, leads to the occurrence of frequent low-intensity conflicts. Next, the increase in Vietnam's trade deficits vis-a-vis China led to the former's alignment with the United States to decrease its vulnerability. Last, Vietnam's potentially high economic costs of severing economic cooperation with China prevented low-intensity conflicts from escalating into high-intensity armed conflicts.

KCI등재

3习近平时期两岸关系的现状与展望

저자 : 李周炯 ( Lee Ju-hyoung ) , 郑贵和 ( Jeong Gui-hwoa )

발행기관 : 대한정치학회 간행물 : 대한정치학회보 30권 4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51-71 (2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1949年以后, 中国大陆和台湾在紧张和矛盾、交流与合作中反复发展。中国在统一问题上的立场一直没有改变, 特别是通过“一国两制”谋求与台湾的统一。相反, 台湾根据執政党的不同, 对两岸关系的政策也不同。最近, 中国以“一国两制和平统一”为战略, 强调与台湾的统一是历史使命。承认双方政治体制的差异, 推进统一是内容的核心, 为了推进统一, 有意推进多种政党和双方人物之间的民主协商。中国政府认为, “一国两制”统一模式在充分考虑台湾现实的同时, 也会为统一后的台湾长期稳定做出贡献。中国认为, 目前统一的障碍不是因为中国大陆和台湾之间的政治体制差异, 而是因为外部势力的介入。中国政府认识到, 美国有意利用“台湾牌”控制中国, 刺激“台湾独立”势力。中国认为, 美国的这种行为不仅会阻碍中国政府和平统一的努力, 还会损害美中关系, 严重损害美国的利益。在目前美中矛盾加剧的情况下, 美国有可能将台湾作为战略筹码。虽然美国正式承认中国, 但与台湾的关系仍在继续发展。总而言之, 随着美中霸权竞争越来越激烈, 台湾的战略价值将比以前更大, 今后在美中霸权竞争中, 台湾的问题很有可能成为重要的矛盾因素。


Since 1949, China and Taiwan have developed by repeating tensions, conflicts, exchanges and cooperation. China's position on unification has remained unchanged throughout, and in particular, it is seeking unification with Taiwan through one country, two systems. On the other hand, Taiwan has different policies on cross-strait relations depending on political parties. Recently, China has emphasized that unification with Taiwan is a historical mission while promoting "one country, two systems and peaceful unification" as its strategy. The key point of the content is to promote unification while acknowledging the difference in the political system between the two sides, and to promote unification, he said he is willing to pursue democratic consultations between various political parties and figures on both sides. The Chinese government believes that the unification model of the one-country, two-way system will fully consider the reality of Taiwan and at the same time contribute to the long-term stability of Taiwan after reunification. China believes that the current obstacle to reunification is not due to differences in political systems between China and Taiwan, but to the intervention of external forces. The Chinese government recognizes that the U.S. intentionally uses the “Taiwan card” to control China, stimulating the “Taiwan independence” forces. China believes that such U.S. actions could not only undermine the Chinese government's peaceful unification efforts, but also harm U.S.-China relations and seriously harm U.S. interests. There is a possibility that the U.S. may use Taiwan as a strategic card at a time when the U.S.-China conflict is currently escalating. The United States formally recognizes China, but continues to develop relations with Taiwan. In conclusion, as the U.S.-China hegemony competition intensifies, Taiwan's strategic value will be greater than before, and Taiwan's problem is likely to be an important conflict factor in the U.S.-China hegemony competition in the future.

KCI등재

4시진핑의 '중국몽'과 인권탄압 - 신장 위구르족 탄압을 중심으로 -

저자 : 전윤희 ( Jeon Yoon Hee )

발행기관 : 대한정치학회 간행물 : 대한정치학회보 30권 4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73-93 (2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중국몽'이란 무엇인가? 시진핑 정부가 내세우는 경제성장 수치를 통해 '중국몽'을 긍정적으로만 바라볼 수 있는가? 사실상 '중국몽'을 외치면서도 인권탄압을 자행하는 중국정부의 모습을 보면 '인민을 위한 행복몽'이란 프레임이 씌워진 '중국몽'은 결국 공산당 권력을 공고히 하고 패권국이 되고자하는 열망에 불과한 것임을 알 수 있다.
본고에서는 '중국몽'에 대한 의문을 제기함과 동시에 중국 정부가 신장 위구르족에게 자행하고 있는 인권탄압의 실태를 Amnesty, Human Rights Watch, BBC, NYT, Bitter Winter 등의 자료들을 중심으로 분석하여 정리하고자 한다. 아울러 중국 공산당 정부의 무자비한 인권탄압 상황에 대한 국제사회의 대처는 어떻게 이루어져 왔는지를 살펴볼 것이다.


What is “China Dream”? Can the “China Dream” be viewed positively only by the Xi Jinping administration's economic growth rate figures? in fact, through the Chinese government's cry for “China Dream” and suppressing human rights, it can be seen that “China Dream”, which is framed as a “happiness dream for the people”, is only a desire to solidify the Communist Party's power and become a hegemon.
This paper raises questions about “China Dream”. At the same time, I would like to analyze and summarize the human rights suppression in China that the Chinese government is committing to the Uyghurs in Xinjiang, focusing on data such as Amnesty, Human Rights Watch, BBC, NYT, and Bitter Winter. In addition, I would like to examine how the international community has responded to the situation of ruthless human rights oppression by the Chinese Communist Party government.

KCI등재

5정치적 연대를 위한 정치 공간으로서 온라인 국민청원 연구

저자 : 한주희 ( Han Ju Hee )

발행기관 : 대한정치학회 간행물 : 대한정치학회보 30권 4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95-116 (2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온라인 국민청원이 정치적 연대의 정치 공간으로서의 가능성을 분석하는 연구이다. 직접 민주주의를 강화하고, 대의 민주주의를 극복하기 위한 변화의 필요성으로서 청원의 의미와 변천 과정을 설명하고 온라인 국민청원이 등장한 배경을 검토한다. 정치 공간의 논의 따라 청와대 국민청원의 정치 공간적 특성은 평등한 개인이 시ㆍ공간의 제약 없이 언제든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는 점에서 미시적 담론을 자유롭게 표출할 수 있는 공론의 공간이 되며, 자율적인 동원과 결속의 비용이 적고, 정치적 기회가 평등하게 이루어지는 공간으로 이해될 수 있다. 따라서 온라인 청와대 국민 청원은 우리가 직면하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정치 공간으로서 국민적 호응과 관심의 대상이 되었다. 그러나 청와대 국민청원은 법적 청원의 효력을 지니지 않고 참여적 성격을 지니고 폐지가 되었지만, 이를 지속하기 위해서 처리 절차의 법적 근거, 청원을 관리하고 행위를 하는 주체, 국민의 자발적 참여에 통해서 온라인 국민청원 플랫폼의 정치 공간으로서의 가능성을 논의한다.


This study analyzes the possibility of online national petitions as a political space of political solidarity. It will strengthen direct democracy, explain the meaning and transition process of petitions as a need for change to overcome representative democracy, and review the background of the emergence of online national petitions. According to the discussion of political space, the political spatial characteristics of the Blue House petition can be understood as a space where equal individuals can freely express microscopic discourse at any time without restrictions on time and space, with low costs of autonomous mobilization and solidarity, and equal political opportunities. Therefore, the online the Blue House petition has become the subject of public response and attention as a political space to solve the problems we face. However, although the Blue House petition was abolished with participatory nature without the effect of a legal petition, the possibility of an online petition platform as a political space is discussed through the legal basis of the processing process, the petition management, and the voluntary participation of the people.

KCI등재

6중국의 공격적 대만정책과 구조적 요인 - 중국의 국력 변화에 따른 '창(窓)' 형성을 중심으로 -

저자 : 김채명 ( Kim Chaemyong ) , 정한범 ( Jeong Hanbeom )

발행기관 : 대한정치학회 간행물 : 대한정치학회보 30권 4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17-139 (2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대만을 둘러싼 중국의 군사적 공세가 심화되고 있다. 중국의 군사활동 증가는 대만 해협에서의 위기 가능성을 고조시켰다. 미국이 대만문제에 적극 개입하며 양안 안정에 주력하고 있지만, 중국은 군사행동을 축소하지 않고 오히려 위기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과거, 미국의 개입에 의해 양안관계가 안정되었던 것과 비교된다. 대만문제에 대한 미국의 강경한 개입에도 불구하고 최근 들어 중국의 공세적 양상이 증가되는 것은 중국의 절대적, 상대적 국력이 변화함에 따라 국제관계에 있어서 새로운 '창'이 형성되고, 이렇게 형성된 '창'은 전쟁에 대한 적극성, 호전적 정책에 대한 수용적 태도를 보이게 된다. 국력의 급성장이 멈추고 최근 성장세의 둔화를 겪고 있는 중국의 구조적 환경이 이러한 '창'의 형성과 공격성 증가의 요인이 되고 있다. 중국 관점에서 국력신장의 한계가 미국 추월에 실패할 가능성을 높였고, 국력격차가 더 이상 좁혀지지 않고 고착화 될 가능성이 커짐에 따라 새로운 '창'이 형성되었다. 핵심이익 수호에 대해 닫혀가는 '기회의 창'이 정치군사적 공격성으로 표출된 것이다. 결국, 대만해협에서의 중국의 공격적 군사활동 등 위기감의 증가는 중국의 절대적 국력 변화에 의한 구조적 현상이다.


China's military offensive over Taiwan is intensifying. China's increased military activity in the Taiwan Strait has raised the possibility of a crisis in the Taiwan Strait. Although the U.S. actively intervenes in the Taiwan issue and focuses on stabilizing the two sides, China does not reduce military action, but rather raises the possibility of a crisis. In the past, it is compared to the fact that cross-strait stability was maintained by US intervention. Despite the U.S. strong intervention in Taiwan, China's aggression has recently increased, with China's absolute and relative national power changing, forming a “window,” which shows an active attitude toward war and receptive attitude toward belligerent policies. This can be seen from China's recent slowdown in growth following the rapid growth of its national power, and some factors do not have the same driving force as in the past. In the end, China formed a “window” with the possibility of failing to overtake the U.S. at the limit of national power growth, or the possibility of sticking without narrowing the national power gap, and the closing “window of opportunity” for protecting core interests was expressed as political and military aggression. After all, the increase in the possibility of a crisis, such as China's aggressive military activities in the Taiwan Strait, is a phenomenon caused by China's absolute change in national power.

KCI등재

7특별지방행정기관의 제주도 이관 운영 성과와 개선방안

저자 : 민기 ( Min Kee ) , 홍주미 ( Hong Jumi )

발행기관 : 대한정치학회 간행물 : 대한정치학회보 30권 4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41-168 (2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지난 15년 간 제주특별자치도로 이관된 특별지방행정기관의 운영 성과와 문제점을 분석하고 이에 대한 개선방안을 제시하는 데 목적을 두고 있다. 특별지방행정기관의 지방이관 문제는 지방자치제 부활 이후 지난 30여년 동안 많은 논쟁이 있었으나 실질적인 성과는 거의 나타나지 않고 있다. 특별지방행정기관은 지방공공서비스 제공에 있어서 가장 기본적인 원리인 보충성의 원칙에도 불구하고 중앙행정기관이 지방정부의 주민에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본 연구에서는 특별지방행정기관의 존치 이유와 지방이관의 필요성에 대한 논리를 살펴보았다.
본 연구의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제주특별자치도 출범과 함께 제주도로 이관된 7개 특별행정기관의 지난 15년간의 성과와 문제점 및 개선방안을 해당업무를 수행해온 담당 공무원들의 면담과 문헌조사를 통해 살펴보았다. 본 연구는 개별기관들의 문제점을 분석한 후 이 문제에 대한 개선방안과 함께 다음 네 가지의 정책적 시사점을 제시한다. 첫째, 특별행정기관을 운영하는 중앙행정기관과의 업무연계강화와 미흡한 제도를 보완하여야 한다. 둘째, 이관받은 제주도 공무원의 전문성 향상이 이루어져야 한다. 셋째, 이관된 특별지방행정기관에 대한 중앙정부의 지속적인 재정지원이 있어야 한다. 넷째, 이관받은 제주도가 특별지방행정기관 업무의 효과성을 높이기 위한 자체 노력 방안이다.


This article aims at suggesting the improvement methods based on the performances and problems of devolved central government's field agencies to Jeju Special Self-Governing Province by analyzing operation results in the last 15 years. The issues in the devolution of central government's field agencies to local government have been discussed over the 30 years since local system autonomy reintroduction. However administrative devolution in the filed agencies produces little results. The central government's field agencies have been providing administrative services for the residents of local government in spite of the principle of subsidiarity that is a basic principle of local autonomy implying that public matters ought to be handled by the smallest, lowest or least centralized government. This study discusses the logic on why central government operates field agency and why the field agency should be transferred to local government.
This article examines the operational performances, problems and improvement methods through public documents research and interviews with the relevant local government officials of seven devolved central government's field agencies. Based on the research, improvement methods are suggested as follows: first, the connections between central government of devolved filed agencies and local government must be strengthened and systems including laws are supplemented; second, the professionalism related fields of local government must be improved; central governments support financial aids to the devolved filed agencies and local government that received the devolved field agencies makes own's one efforts to improve the effectiveness of devolved affairs.

KCI등재

8프레이저의 정의론을 통해서 본 약탈 문화재 반환의 문제(I) - 3차원적 정의론의 검토와 적용 -

저자 : 정재요 ( Jung Jae Yo )

발행기관 : 대한정치학회 간행물 : 대한정치학회보 30권 4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69-192 (2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오늘날 약탈 문화재 반환의 문제는 각 국의 정치ㆍ경제ㆍ사회ㆍ문화 전반에 걸쳐있는 이해관계의 상충 때문에 국가 사이의 이견을 좁히기 어려운 국제적 난제로 인식되면서도, 인류 보편의 과제이자 지구적 정의 실현의 차원에서 다루어지는 경향이 있다. 이 같은 배경에 따라, 본 논문에서는 국제공동체가 풀어야 할 난제이면서도 정의 실현의 차원에서 다루어지고 있는 약탈문화재 반환의 문제를 특히 낸시 프레이저(Nancy Fraser)가 제시한 '지구화 시대의 정의'의 틀에서 고찰해보도록 한다. 경제적 분배, 문화적 인정, 정치적 대표의 차원을 포괄하는 프레이저의 3차원적 정의론은 약탈 문화재반환에 대한 문화국제주의와 문화민족주의의 입장을 비판적으로 검토하는 데 유용한 분석틀이 될 수 있을 것이다. 약탈 문화재 반환 문제에 대해 프레이저의 3차원적 정의론을 적용ㆍ검토해본 결과, 문화국제주의와 문화민족주의는 '동등한 참여'라는 정의 실현의 규범적 원칙에 반하는 여러 수준의 부정의와 연결될 수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그렇기 때문에 약탈 문화재 반환에 관한 세계화 시대의 논리는, 문화국제주의와 문화민족주의라는 기존의 '잘못 설정된 틀'(misframing)이 아닌 '개념틀 다시 짜기'(reframing)를 통해서 모색될 필요가 있을 것이다. 이는 약탈 문화재 반환의 문제에 있어서 프레이저의 정의론이 가져다 줄 수 있는 중대한 시사점이기도 하다.


Today, the issue of returning looted cultural assets is recognized as an international challenge that is difficult to narrow differences between countries due to conflicts of interests across politics, economy, society, and culture, but tends to be dealt with in terms of realizing global justice. Against this background, in this paper, the problem of returning looted cultural assets, which is a difficult problem to be solved by the international community but is dealt with in terms of realizing justice, is especially considered in the framework of 'Justice in the Era of Globalization' presented by Nancy Fraser. Fraser's three-dimensional theory of justice, which encompasses the dimensions of economic distribution, cultural recognition, and political representation, can be a useful framework for critically examining the positions of cultural internationalism and cultural nationalism on the return of looted cultural assets. As a result of applying and examining Fraser's three-dimensional theory of justice to the problem of returning looted cultural assets, it can be confirmed that cultural internationalism and cultural nationalism can be connected with various levels of injustice that go against the normative principle of 'parity of participation'. Therefore, the logic of the globalization era on the return of looted cultural assets needs to be sought through 'reframing' rather than the existing 'misframing' of cultural internationalism and cultural nationalism. This is also a significant implication of Fraser's theory of justice in the issue of returning looted cultural assets.

1
권호별 보기
같은 권호 다른 논문
| | | | 다운로드

KCI등재

1SWOT모델을 통한 김정은 시기 북한의 변화 분석과 평가

저자 : 안대경 ( An Dae-kyung )

발행기관 : 대한정치학회 간행물 : 대한정치학회보 30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37 (3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연구는 SWOT 모델을 활용하여 김정은 시기 북한의 내외부적 변화요소를 분석하고 그 변화를 평가하고자 한다. 내부적 변화에는 김정은 리더십과 지배 이데올로기, 핵무력 중심의 군사전략, 경제, 주민생활 등이 있다. 외부적 변화는 주변국과의 관계, 국제적 고립을 심화시킨 UN 대북제재와 코로나19 팬데믹 등이 있다. 내외부적 변화에 따른 북한의 강점은 김정은 리더십, 지배 이데올로기, 핵무력, 실리적 외교전략이며, 약점은 군사 중심의 국가운영, 경제난, 사회통제 이완, 대외관계 고립 등이다. 기회요인은 체제 정상화, 이중구조적 경제체제, 경제건설총력집중노선, 우크라이나 전쟁이며, 위협요인은 비사회주의적 변화, UN 대북제재, 코로나19, 우크라이나 전쟁 등이 있다. 분석된 요소들을 통한 SWOT 전략은 첫째, 핵 기술ㆍ원료의 활용, 실리적 외교 전략을 통해 경제난을 극복하고 핵보유국 지위를 획득하는 SO전략이다. 둘째, 개혁ㆍ개방으로 경제난을 극복하고, 중립적 입장으로 전환하며 전략적 제휴를 도모하는 WO 전략이다. 셋째, 대외적 고립 속에서 핵실험을 계속하며 인내전략을 펼치는 ST전략이다. 넷째, 내부체제 안정화를 이루고 비핵화를 통해 위기을 극복하는 WT전략이다.
SWOT 모델을 통해 김정은 시기 북한의 변화를 정확히 평가하기는 어려울 것이다. 하지만 북한은 ST전략을 통해 당면한 위기를 방어하며 강점을 활용하고자 했으며, 다양한 외부환경 변화에 부분적인 WT전략으로 전환하며 방어적 생존전략을 펼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향후 김정은은 ST전략을 다시 이어가며 SO전략 또는 WO전략으로 전환할 가능성이 있어 보이며, 이에 우리는 북한에 대한 다각적인 대응전략을 세워야 한다.

KCI등재

2근대적 시ㆍ공간인식과 국민국가의 공간성에 대한 비판적 고찰 : 공간정치의 관점에서

저자 : 이상봉 ( Lee Sang-bong )

발행기관 : 대한정치학회 간행물 : 대한정치학회보 30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39-63 (2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1990년대 중반의 이른바 '공간적 전환(spacial turn)' 이후 사회현상을 설명하는데 있어 시ㆍ공간 압축, 초국가공간, 사이공간, 생활공간, 가상공간 등 다양한 공간적 개념이나 은유가 넘쳐나고 있다. 이들 공간적 개념이나 은유들은 대부분 기존의 국민국가라는 틀을 뒤흔드는 것이라는 점에서, 공간적 전환은 국민국가라는 정치공간의 유효성에 대한 도전이자 문제제기라고 할 수 있다. 이러한 문제의식을 토대로, 이 글은 공간 정치의 관점에서 근대적 공간인식의 특성과, 그것이 국민국가라는 특유의 정치공간으로 제도화되는 과정과 의미를 비판적으로 고찰한다. 구체적으로는 대의민주주의, 시민권, 국가적 공공성을 대표적인 제도화의 형태로서 제시하고, 이들 제도가 국민국가의 공간적 특성과 어떻게 관련되어 있는지를 분석한다.

KCI등재

3독도의 전략적 가치와 독도방어 전략의 특수성 - 한국의 독도에 대한 인식과 주장의 한계를 중심으로 -

저자 : 하대성 ( Lee Jung-tae ) , 이정태 ( Ha Dae-sung )

발행기관 : 대한정치학회 간행물 : 대한정치학회보 30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65-90 (2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우리가 직면한 독도방어 전략의 한계는 미일안보보장조약과 한미상호방위조약에서 명시한 '공동의 위험에 대처하도록 행동한다'는 조약의 적용에 따른 것으로 한국은 독도를, 일본은 다케시마를 자국의 영토로 규정하고 있기 때문이다. 한국의 독도방어전략은 샌프란시스코 체제 하 국제정치적 환경에서 정치외교적 한계와 방법론 부재의 한계, 독도방어개념 전환의 한계 등을 노정하고 있다.
본 논문의 목적은 한국의 독도에 대한 인식과 주장을 통해 그것이 갖는 딜레마와 한계를 살펴보고 한국의 독도방위 전략을 바탕으로 독도방어 전략의 특수성 및 한계를 분석하는 것이다. 이를 통해 우리는 독도의 전략적 가치를 재인식하고 독도방어 전략의 특수성과 한계를 극복할 수 있는 방어전략과 수단을 확보할 수 있어야 한다.

KCI등재

4마을공동체 관련 조례에 대한 빅데이터 분석

저자 : 김영하 ( Young Ha Kim ) , 김동현 ( Dong Hyun Kim )

발행기관 : 대한정치학회 간행물 : 대한정치학회보 30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91-120 (3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상위 규범으로서 법률이 제정되어 있지 않아 지방의회의 입법과정에서의 자율성이 상대적으로 높을 것으로 추정되면서도 지방자치의 정신을 가장 잘 반영할 수 있는 마을공동체 관련 조례 188건을 대상으로 빅데이터 분석(유사도 검사)을 실시하였다. 분석 결과에 따르면, 각 지방의회의 조례 간 유사도가 높게 나타나고 있다. 먼저 제정된 타 조례를 바탕으로 복제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되어 이에 대한 대책이 요구된다고 하겠다. 한편 본 연구는 시론적 성격을 갖고 있으며, 우리나라 지방의회 의정활동의 분석 및 평가에 대한 새로운 지평을 여는 의의를 갖고 있다. 향후 상위 법률에 의해 위임된 사무와 관련한 조례들과의 비교 분석의 제시와 함께 보다 세련된 분석방법의 개발의 필요성을 제기하고 있다.

KCI등재

5미국의 인태전략과 제도적 균형 그리고 한국에의 함의

저자 : 최영종 ( Young Jong Choi )

발행기관 : 대한정치학회 간행물 : 대한정치학회보 30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21-143 (2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미-중 사이에 공식, 비공식 제도를 활용해서 서로 견제와 균형을 이루려는 시도가 증가하는 현상에 대해 설명하려는 시도이다. 제도적 균형은 내포적 균형, 배타적 균형, 그리고 제도 간 균형이란 세 가지 형태가 있으며, 미-중 간 제도적 균형은 배타적인 제도 간 경쟁과 균형이 주류를 이루고 있다. 미국의 인태전략은 제도적 균형의 성격을 강하게 띠고 있으며, 이는 양국 간 물리적 충돌 가능성은 제한하는 효과가 있다. IPEF에 대한 사례는 미국 연구는 미-중 간 패권경쟁이 제도적 균형의 성격을 강화시켜 나가고 있는 점을 보여준다. 미국이 인태전략과 IPEF 추진 과정에서 보여주는 무계획성은 한국에게 기회의 창을 제공한다. 본 연구는 한국이 장기적인 관점에서 글로벌 중추국가 실현과 자유롭고 개방된 인태지역의 형성에 기여할 수 있는 체계적인 인태전략을 수립할 것을 제안한다.

KCI등재

6'방법론적 국가주의'와 이민자 개념의 변화 - 서유럽의 국민국가 건설시기를 중심으로 -

저자 : 최대희 ( Choi Daehee )

발행기관 : 대한정치학회 간행물 : 대한정치학회보 30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45-171 (2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19세기까지 국경을 넘는 인간의 이동은 오늘날과 같이 엄격한 규제와 통제의 대상이 아니었다. 자유로웠던 노동력의 이동이 오늘날의 '이민'으로 변화된 것은 19세기 말경 국민국가 건설과 민족주의 운동이 결합되고 난 이후였다. 국민국가가 세계를 형성하는 기본 단위로 여겨지기 시작하자, 이민자는 토착민과 구분되어 '타자화'되었다. 국가의 경계를 사회의 경계로 간주하는 관점에 기초하여, '뿌리 뽑힌 자', 사회의 '외부자' 그리고 국민국가의 복지시스템을 갉아먹는 자라는 식의 이민자 이미지가 대중화 되었다.
본 연구는 이민자에 대한 부정적 이미지의 밑바탕에 '방법론적 국가주의', 즉 사회 생활의 네트워크가 민족적 사회라는 단일한 컨테이너 내에 구축되어 있다는 가정이 작동하고 있음에 주목한다. 그러나 오늘날의 이민자의 삶뿐만 아니라, 19세기에서 20 세기 초반의 이민자의 사회적 삶도 상당히 초국적이었다. 19세기 후반의 이민자는 초국적 네트워크를 형성하고 고국과의 지속적인 연계를 유지하고 있었다. 이민자에게 덧씌워진 국민국가적 담론으로부터 벗어나기 위해서는 영토-인구-문화의 삼위일체에 기반 한, 사회에 대한 컨테이너식 사고방식으로부터의 탈피가 필요하다.

KCI등재

7북한 김정은 집권 이후 핵전략 확장에 따른 한미 '맞춤형억제전략' 신뢰성 제고방안 모색

저자 : 문성준 ( Moon Sung Joon ) , 김법헌 ( Kim Beob Heon )

발행기관 : 대한정치학회 간행물 : 대한정치학회보 30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73-198 (2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북한 김정은 집권 10년은 핵ㆍ미사일 개발 폭주의 시대였다. 북한은 2012년 4월 개정헌법에 핵보유국임을 기정사실화하였고, 2013년 4월에는 핵보유법에 핵무기의 용도, 사용 조건, 사용 권한 등 핵무기 운용 전략을 포함하여 제정하고 대내ㆍ외에 공개하였다. 2022년 들어서도 북한은 ICBM, 핵탄두 탑재가 가능한 중ㆍ단거리미사일 등을 집중발사하고 핵전략 중 가장 공세적인 선제타격을 공언하고 있다. 한국은 북한 핵ㆍ미사일 고도화에 따라 한미 '맞춤형억제전략'에 의존하고 있지만 한미 양국의 통치자와 집권 세력에 따라 억제ㆍ대응 전략에 차이를 보이고 있다.
본 연구의 목적은 북한의 김정은 집권 이후 핵ㆍ미사일 능력발전에 따른 확장되는 북한의 핵전략을 분석하고 이에 따른 한미 연합 억제ㆍ대응의 근간인 한미 '맞춤형억제전략'의 신뢰성 제고방안을 모색하고자 한다.
한미 '맞춤형억제전략'의 신뢰성을 제고할 수 있는 발전방안으로 먼저, '한미 확장억제전략협의체 플러스'의 확대 가동을 통해 양국의 핵억제ㆍ대응 전력 투사방안에 대해 상시 협의와 신뢰성을 높여 나가야 한다. 둘째, 한미 미사일 방어 협력 및 상호운용성을 강화해 나가야 한다. 북한의 ICBM, SLBM, 극초음속미사일, 중ㆍ단거리미사일 위협에 한미 양국의 통합 대응이 필요하다. 셋째, 한미 양국은 미국이 최근 개발에 성공한 저위력핵무기를 거부적ㆍ보복적 확장억제 수단으로 적극 검토해 나가야 한다. 넷째, 국가 장기적으로 핵잠재력(nuclear latency)을 확보해 나가야 한다. 핵잠재력을 국가안보전략 차원에서 핵과 재래식 전력 외에 제3의 억제력으로 검토가 요구된다.

KCI등재

8제20대 대통령선거와 '급진좌파'

저자 : 채장수 ( Chae Jangsoo )

발행기관 : 대한정치학회 간행물 : 대한정치학회보 30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99-222 (2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이념의 일관성과 활동의 연속성을 가지고 주요한 정치사회적 이슈에 대한 참여와 발언을 지속하고 있는 '급진좌파'라는 소수 정치집단의 현재성을 자세히 검토했다. 이를 위하여 먼저 '좌파'(진보-좌파)와 '급진'(중도-급진)의 개념적 분리를 통하여, 급진좌파를 '좌파로서의 정체성'(탈자본주의적 지향성)과 함께 '급진으로서의 정체성'(사회주의로의 근본적 전환)을 함축하는 정치이념 집단이라고 규정했다. 그리고 제20대 대선의 주요 상황에 대한 평가를 중심으로, '좌파의 좌파' 집단의 현재적 인식와 지향을 살펴보았다. 여기에서는 이번 대선 과정에서 두드러지게 나타난 좌파집단의 타협적 선거주의가 노동대중에게 자본주의 체제에서 선거에 대한 환상만 심어주었을 뿐, 오히려 좌파의 정치적 입지를 축소시켰다는 급진좌파의 주장을 검토했다. 또한 본질은 철저한 부르주아지 계급정당임에도 불구하고 마치 사회적 약자의 이해를 대변하는 진보정당인 것처럼 대중을 기만하면서, 자신의 정치적 이익을 도모하는 민주당에 대한 급진좌파의 비판을 살펴보았다. 이후 급진좌파 특유의 인식을 선명하게 확인할 수 있는 제20대 대선의 주요 이슈를 중심으로, 급진좌파의 인식과 지향을 살펴보았다. 여기에서는 중도적 온건좌파 정당의 이미지를 구축하려는 정의당의 수정주의에 대한 혁명주의적 관점의 비판을 검토했다. 그리고 기존 사회질서에 저항하는 유력한 흐름을 대표하는 젠더평등론적 페미니즘의 탈계급적 관점에 대한 급진좌파의 부분 수용-전면 비판의 논리를 살펴보았다. 결론에서는 이상의 내용을 정리하면서, '대중적 상식'과는 거리감이 있지만 분명한 존재 가치를 지닌 급진좌파에 대한 간략한 비평으로 논의를 마무리했다.

KCI등재

9지방선거의 무투표당선 실태 및 입후보자 증대 방안 -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를 중심으로 -

저자 : 하세헌 ( Ha Sehun )

발행기관 : 대한정치학회 간행물 : 대한정치학회보 30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223-247 (2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제8회 지방선거는 역대 어느 선거보다 무투표로 당선된 사람이 많았다. 광역의원지역구 선거 및 기초의원 지역구 선거는 당선자의 1할 이상, 기초의원 비례대표 선거는 2할 이상이 투표를 거치지 않고 입후보만으로 당선이 결정되었다. 무투표당선 선거구도 기초의원 지역구 선거 1할 이상, 기초의원 비례대표 선거에서 3할 정도가 나왔다.
광역의원 지역구 선거의 무투표당선은 특정 정당에 절대적 지지가 주어지는 영호남에서 대부분 발생했다. 중선거구제로 치러지는 기초의원 지역구 선거에서는 대부분 2 인 선출구에서 나왔고, 지역적으로는 민주당과 국민의힘 양당 구도가 형성되어 있는 수도권 등에서 대거 나왔다. 기초의원 비례대표 선거는 영호남의 1인 선출 지역과 수도권ㆍ충청 등의 2인 선출 지역에서 많이 발생했다.
무투표당선을 줄이기 위한 대책은 선거제도 개편에 초점이 맞춰졌다. 현행 소선거구제의 광역의원 지역구 선거는 3~5인을 선출하는 중선거구제로 개편, 또는 전면적인 비례대표제 도입이 제안되었다. 기초의원 지역구 선거는 2인구를 폐지한 가운데 4~5 인구를 대폭 늘릴 필요가 있었다. 기초의원 비례대표 선거는 선출 인원을 지역구 정수의 30% 정도로 확대하는 것이 제안되었다.

KCI등재

10세 가지 다른 정체성의 형성: 시리아 정교회 기독교인 난민들의 사례와 그들의 집단학살에 대한 기억

저자 : 사토노리토 ( Noriko Sato )

발행기관 : 대한정치학회 간행물 : 대한정치학회보 30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249-278 (3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민 수용국에서는, 난민과 이민자들을 어떻게 사회로 통합하고 시민들과 협력적인 관계를 형성해 갈것인가에 관한 난제에, 정부와 시민은 고심한다.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하나의 방법은 난민과 이민자들이 이민 수용국에서 그들의 정체성을 어떻게 형성하는지를 살펴보는 것이다. 이민자들의 사회적 위치, 소속감, 그리고 이민 수용국의 사회적가치 체계는 그들의 정체성 형성과 수용국과의 관계에 영향을 미친다. 지금까지의 한국사회에 있어, 이민자와 난민들의 연구는 수용국의 관점에서 분석하는 경향이 대부분이었으나, 이민자와 난민들의 관점에서 분석하는 연구가 필요하다. 본 연구는, 난민 또는 이민자가 된 시리아 정교회 기독교인들의 사례들을 분석하고, 세 개의 다른 정치 사회적 장소들에서의 정체성 형성을 새로운 관점에서 검토한다. 그들의 집단적인 정체성 형성의 중요한 쟁점은, 제1차 세계대전동안 오스만 제국령의 아나톨리아에서 일어난 기독교인 박해(세이포)에 관한 기억에서 시작된다. 본 연구는 이민자들과 난민들이 이민 수용국에서 정치적인 가치를 고려하며 정치적 권리와 자유를 주장했는지에 관한 새로운 통찰력을 제시한다.

1
발행기관 최신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발행기관 최신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