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문 상세보기

정보통신정책학회> 정보통신정책연구> SVOD OTT 서비스 비이용자의 이용의도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 연구: 혁신저항의 매개효과

KCI등재

SVOD OTT 서비스 비이용자의 이용의도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 연구: 혁신저항의 매개효과

A Study of the Factors Influencing Usage Intentions toward SVOD OTT Services among Non-users: Mediating Effect of Innovation Resistance

정서현 ( Seo-hyun Jung ) , 박주연 ( Joo-yeun Park )
  • : 정보통신정책학회
  • : 정보통신정책연구 29권2호
  • : 연속간행물
  • : 2022년 06월
  • : 145-176(32pages)
정보통신정책연구

DOI

10.37793/ITPR.29.2.5


목차

Ⅰ. 서론
Ⅱ. 이론적 배경
Ⅲ. 연구문제
Ⅴ. 연구결과
Ⅵ. 결론
참고문헌

키워드 보기


초록 보기

본 연구는 SVOD OTT 서비스를 미디어 이용자의 이용행태에 변화를 가져온 혁신 서비스로 간주하였다. 그리고 SVOD OTT 서비스를 이용하지 않는 비이용자 집단에 초점을 맞추고, 이들의 SVOD OTT 서비스 이용의도에 영향을 미치는 예측 요인을 살펴보고자 하였다. 또한 이 과정에 혁신저항의 매개효과를 확인해보고자 하였다. 혁신확산이론을 기반으로 개인의 혁신성, 인지된 혁신특성(상대적 이점, 복잡성, 인지된 프라이버시 위험), 그리고 OTT 서비스의 특성(콘텐츠 다양성, 인지된 비용, 추천 시스템 선호도)이 SVOD OTT 서비스 이용의도에 미치는 영향을 확인하고, 이 가운데 혁신저항의 매개효과를 분석하였다. 연구결과는 첫째, 개인의 혁신성, 상대적 이점, 콘텐츠 다양성, 인지된 비용, 추천 시스템 선호도가 SVOD OTT 서비스 이용의도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복잡성과 인지된 프라이버시 위험, 콘텐츠 다양성, 추천 시스템 선호도는 혁신저항을 매개하여 SVOD OTT 서비스 이용의도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본 연구는 혁신확산이론의 타당성을 재검토한 동시에, 인지된 혁신 특성뿐 아니라 혁신 서비스의 특성이 가진 설명력이 높게 나타나고 있음을 확인하였다. 또한 혁신저항의 매개역할을 검증하며, OTT 서비스 채택 등 뉴미디어 채택 연구에서 혁신저항 변인의 중요성을 강조하였다.
This study regarded the SVOD OTT service as an innovative service. This is because it has brought about a change in the usage behavior of media users. In addition, this study focused on the group of non-users who have not used the SVOD OTT service and attempted to examine the explanatory variables that influence their intention to use the SVOD OTT service. And in this process, this study attempted to confirm the mediating effect of innovation resistance. Based on the theory of innovation diffusion, the effects of innovativeness, perceived innovation characteristics (relative advantage, complexity, perceived privacy risk), and OTT service characteristics (content diversity, perceived cost, recommendation system preference) on SVOD OTT service usage intention were confirmed. And the mediating effect of innovation resistance was analyzed. The research results are as follows. First, it was found that innovativeness, relative advantage, content diversity, perceived cost, and recommendation system preference influenced the intention to use the SVOD OTT service. Second, it was found that complexity, perceived privacy risk, content diversity, and recommendation system preference influence the intention to use the SVOD OTT service by mediating innovation resistance. This study reaffirmed the validity of the theory of innovation diffusion. In addition, it was confirmed that the influence of service characteristics as well as perceived innovation characteristics in the adoption of OTT services was high. And the mediating role of innovation resistance was verified. Therefore, this study emphasized the importance of innovation resistance variables in new media adoption studies such as the adoption of OTT services.

UCI(KEPA)

간행물정보

  • : 사회과학분야  > 경제학
  • : KCI등재
  • :
  • : 계간
  • : 1229-5981
  • :
  • : 학술지
  • : 연속간행물
  • : 1994-2022
  • : 474


저작권 안내

한국학술정보㈜의 모든 학술 자료는 각 학회 및 기관과 저작권 계약을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이에 본 자료를 상업적 이용, 무단 배포 등 불법적으로 이용할 시에는 저작권법 및 관계법령에 따른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29권2호(2022년 06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EU 집행위원회의 공영방송 재원 규제: EU 국가보조 금지 법규와 공영방송

저자 : 강형철 ( Hyung-cheol Kang )

발행기관 : 정보통신정책학회 간행물 : 정보통신정책연구 29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33 (3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수신료 등 공영방송의 공적 재원에 대한 EU 집행위원회(EC)의 규제에 대해 알아보았다. 이를 위해 EU 조약 내의 국가보조(State aid) 금지 등 관련 조항들과 EC가 공표한 가이드라인 등을 검토하였다. 아울러 공영방송 공적 재원과 관련해 문제가 제기된 사례들을 EC가 어떻게 처리하고 결정했는지 분석하였다. 그 결과, EC는 기본적으로 수신료 등을 EU 기능조약(TFEU) 107조 1항에서 금지하는 국가보조로 전제하고 있음을 알 수 있었다. 그 대신 EC는 이것에 '일반적 경제이익 서비스'(Service of General Economic Interest) 조항(TFEU 106조 2항)을 적용, 특정 조건 아래 용인하는 프레임을 지닌다. 그런데 이 특정 조건의 설정과 해석 등을 역내 자유시장을 주요 목표로 하는 EC가 설정하면서 유럽 공영방송이 공영미디어로 이행해가는 것을 제한해왔다. 이 과정에서 공영방송 수신료 등에 대한 투명성은 제고되었으나, 개별 국가의 자율성은 약해졌으며 공영방송도 지속 가능성에 부담을 갖게 되었다는 평가를 받는다. EU의 사례는 한국에서 공영방송의 진화 가능성을 생각한다면 공영방송에 대한 정체성과 수신료의 의미 등을 재점검해보아야 한다는 시사점을 준다.


The KBS (Korean Broadcasting System) board of directors in June 2021 voted on a plan to increase the license fee of its public service broadcaster. Discussions at the National Assembly on the increase plan, which passed through the Korea Communications Commission to the legislature according to the law, have stalled as of June 2022, a year later. The support of the citizens currently is not higher than that of the past three failed attempts to raise the fee. Also, the Korean formula "the government and the ruling party support the increase, while the opposition party objects to it" seems to have broken. One can interpret this as proof that unlike the past, the adhesion between the regime and KBS has weakened. On the other hand, it may be a sign that even the government and the ruling party are opposed to or lukewarm about the increase in license fees. However, one can conclude that they are not interested in financial stability of public service broadcasting (PSB).
In fact, KBS is in a difficult state to predict the future. In the past 10 years before the COVID-19 pandemic, the public broadcaster suffered operating losses almost every year. With revenue fixed at less than 1.5 trillion Korean won, if KBS has ever seen a surplus in a year, it is because it has reduced production spending or sold assets such as real estate. As a result, so-called “emergency management,” which reduces the size of expenditure, has become a routine. Considering the increase in GDP of South Korea so far, KBS's real revenue and production expenditure can be interpreted that it actually dropped more than 40%. Fortunately, the decline was able to stop at this level because the program sales revenue supplemented the decreasing advertising sales. One-person households, which expanded with changes in the social structure of Korea, also helped increase the license fee revenue charged by each household. If the attempt to raise the license fee fails again and the increase in one-person households stagnates, KBS will fall into a vicious circle where its financial status becomes more worse and it gets away from viewers' attention as its performance weakens, and it is difficult to obtain consent from citizens for raising license fees.
One more thing to consider here is KBS's online media activities. Currently, there are few regulations that prevent KBS from expanding into any new service areas such as YouTube or news web pages, regardless of whether it uses any financial resources such as license fees or advertising income. There has been strong advice from media experts to go further in advancing new media, but KBS is criticized for being trapped in a paradigm centered on terrestrial broadcasting. This is in stark contrast to its Western counterparts, which is having difficulty entering the new media area due to various restrictions. Major Western public broadcasters have struggled to transform to public service media (PSM) due to opposition from commercial broadcasters and commercial online media competitors. In particular, the position of the European Commission (EC), which should seek fairness in trade according to regional integration, has become an important restriction.
Assuming the possibility of the evolution of PSB in Korea, it is necessary to re-examine the identity of this social institution and the meaning of license fee in advance in consideration of the EU case. Although the use of license fees in the new media sector is not yet on the agenda in Korea, if PSB expands its influence in the new media market with higher license fees, commercial competitors may start to raise the issue as in Europe. It may be crucial to check this matter in advance and establish a framework for understanding the use of public funds and its conditions.
For this reason, this article examines the European Commission's policy on the application of State aid rules to PSB. Related provisions in the EU treaties and guidelines set out by the Commission are reviewed. In addition, it analyzes how the EC decided on the complaints raised by commercial competitors against public funding of PSB. The EC presupposes public financing of PSB including the license fee as State aid prohibited in Article 107 (1) TFEU. Instead, the Commission has applied the Service of General Economic Interest clause in 106 (2) TFEU for exonerating PSB from the State aid rules with certain conditions. In this process the EC has contributed to enhancing the transparency in PSB spending while limiting the competency of individual member states. In addition, the EC with the main goal of the free market in the region has hindered the transition of European PSB to PSM by setting and interpreting the conditions.
The case of the EU suggests that considering the possibility of the evolution of PSB in South Korea, the remit of this institution and the meaning of license fee should be re-examined. The case of the European Union has two implications for discussions surrounding PSB in Korea. First, Korean PSB has weaker restrictions on expanding and transforming into PSM than those in Europe. The idea of a new project usually can be conducted by the management with the resolution of the board of directors. Inevitably, there can be social controversy at times; however, it is often unrelated to legal issues. For example, if KBS tries to run a children's channel through its subsidiary KBS N, there are few conditions such as having to review its public value or market impact. If KBS, which lingers on terrestrial broadcasting, has the will, it can immediately launch text news service on the website, which has often been a problem in Europe. This stems from the fact that there is no clear legal definition of PSB in Korea, and that KBS's remit is only listed as abstract or overly peripheral in the Broadcasting Act. It is a problem to prioritize the market and restrict public broadcasting in the EU, but the lack of definition, mission assignment, and evaluation of PSB in Korea will not be positive for the function that society needs.
Second, several ideas such as "separation of accounts between public and commercial activities," "establishment of license fees calculation committee," and "agreement between the government and PSB," which are often brought up as ways to ensure transparency and efficiency in PSB expenditure in Korea, are imported from the West without referring its contexts. Originally, these concepts were implemented to prevent public broadcasting from entering the commercial area in EU and damaging fair competition. However, when discussing these concepts in Korea as a single state, the purpose is to increase transparency and efficiency rather than to ensure fair competition. Although the possibility that the injection of public funds into non-public undertakings will undermine fair competition is not only a matter of inter-country level, the solution of the problem in Korea is being discussed in a way that simply borrows the concept of the EU with different contexts. For transparency and efficiency of expenditure, other measures that can be adopted more easily and without side effects should be considered first.
In addition, to discuss these proposals, it is necessary to first enact (revise) laws and regulations that are insufficient in areas such as the definition of PSB, mission assignment, and financial resources. We can expect inefficiency in the use of resources due to accounting separation, the creation of a new partisan organization called the License Fees Calculation Committee, as well as the undermining of public broadcasters' independence as they compete for license fees allocation. Agreements with the government also put public broadcasters more vulnerable to the power. However, if the relevant legislation is properly tidied up, these proposals may also be expected to produce desirable results.

KCI등재

2프라이버시 역설 현상의 동태적 변화 탐색: 소셜미디어 이용과 프라이버시 염려를 중심으로

저자 : 고흥석 ( Koh Heungseok )

발행기관 : 정보통신정책학회 간행물 : 정보통신정책연구 29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35-72 (3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연구는 급속한 미디어 환경 변화 속에서 개인의 소셜미디어 이용과 프라이버시 염려(privacy concern)에 대한 실증적 분석을 통해 역설적 프라이버시 현상이 어떻게 변화했는지 탐색하고자 한다. 정보통신정책연구원(KISDI)의 <한국미디어패널> 자료(2015∼2019)를 토대로 인구사회학적 변인에 따라 소셜미디어 이용과 프라이버시 염려가 어떻게 변화했으며, 소셜미디어 이용이 프라이버시 염려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분석하였다. 연구결과, 소셜미디어 이용에 영향을 미치는 가장 핵심적인 요인은 연령 요인으로 나타났으나, 프라이버시 염려에 대해서는 인구사회학적 요인에 따라 일관된 결과를 보이지는 않았다. 프라이버시 염려가 소셜미디어 이용에 미치는 영향이 일관되게 나타나지 않은 것으로 보아 프라이버시 역설 현상이 온전히 이론적 수준에서 받아들여지는 한계가 있다는 점을 밝혔다. 이 연구는 2차 데이터를 활용한 연구의 한계에도 불구하고, 최근 사회적 이슈로 제기되고 있는 프라이버시 염려에 대해 동태적 시각에서 실증적으로 분석했다는 점에서 의미를 지니고 있다.


1. INTRODUCTION
At present, new economic values are expected to be created through convergence services in all industries, particularly by strengthening the data, network, and artificial intelligence (AI) ecosystem in the digital environment. In particular, various services based on big data are receiving particular attention in the field of media. The reason is that the business model providing personalized and customized services by analyzing and restructuring vast amounts of personal information through AI algorithms has scalability in various industries. However, given the wide range of personal information collection on the Internet, including social media and various services, the problem of privacy invasion is being raised as a social issue. Recently, there have been cases of privacy violations, such as collecting social media conversations of general service users and using them for AI chatbot.
With the advent of various social media-based consumption and distribution platforms, delivery services and online classes have become common. These developments have also brought changes to the lifestyle of individual users. News consumption, online shopping, and video content consumption through social media are rapidly spreading as well. Moreover, there are various changes in the perception of risk for privacy infringement. This study focused on these changes in the media environment and user behavior and attempted to explore changes in social media use and personal privacy concerns.
2. LITERATURE REVIEW
This study used media dependency theory proposed by Ball-Rokeach and DeFleur (1976) and the privacy paradox concept as bases in attempting to examine the changing patterns of people's privacy concerns in terms of social media usage experience. In relation to media use, media dependence theory has been discussed at various levels, such as individuals and individuals and individuals and society. This theory particularly provides a rich theoretical foundation at the individual level for the relationship among people through social media. The tendency of dependence is gaining strength in terms of the media environment of modern society as a new paradigm based on high-speed Internet. A clear evidence is that various Internet services have become available in recent years owing to the rapid spread of mobile smartphones. In terms of devices, smartphones are already recognized as an essential medium in modern society (KISDI, 2020). Moreover, social network platform-based Internet services play a dominant role in our society.
However, nearly all users are likely to be in a situation where they have to provide their personal information to use convenient personalized services in social media platforms. In this process, tension develops between the utility of providing personal information and the risk of personal information exposure and misuse. This paradoxical phenomenon is called "privacy paradox" (Sutanto, Palme, Tan, & Phang, 2013; Belanger & Crossler, 2011; Potzsch, 2009; Norberg, Horne & Horne, 2007). Privacy paradox can be understood as a type of dissonance. That is, even if individuals' awareness of the risk of privacy invasion increases, they will still use social media services frequently. Furthermore, the higher the use of social media, the greater the privacy concerns.
Barth et al. (2019) conducted a study on privacy paradox and found that paradoxical behaviors on privacy concerns are still observed. They argued that users are concerned with potential risk factors for invasion of their privacy on the Internet (mobile environment), but they are not willing to invest the time, effort, or money needed to protect them. However, other previous studies on privacy paradox in the online space have tended to appear differently, depending on the nature of Internet services. For example, the higher the use of a relatively closed private online platform centered on personal networks, the lower the privacy concerns. By contrast, the higher the use of open platforms, such as online clubs and cafes, the greater the privacy concerns (Ryu & Koh, 2021). A study on the privacy concerns of the young generation, who are the most active social media users, have yielded contradictory results.
Several inferences are possible as to why previous studies on the paradoxical phenomenon of privacy concerns have not provided consistent results. First, in situations where social media properties and services diversify, such outcomes can be viewed as a result of limiting individual privacy concerns to specific social media services or caused by limitations of the analysis samples (e.g., small samples). Given that privacy concerns perceived by users may appear differently, depending on the relational attributes of specific social media or the degree of openness of information (Seo & Son, 2011), the paradoxical phenomenon of privacy concerns does not show consistent results.
Second, most of the previous studies related to the privacy paradox have tended to focus on the dichotomous discussion between attitude and behavior toward privacy (Kokolakis, 2015). That is, epistemological and behavioral dimensions of privacy concerns are closely related and may appear differently, depending on the passage of time and changes in media environmental factors. Therefore, this study formulated the following research questions to explore the privacy paradox from a dynamic approach regarding the relationship between general behavioral factors of social media use and privacy concerns.
< RQ 1 > Are there differences in personal social media use and privacy concerns according to demographic variables over the past five years?
< RQ 2 > How does personal social media use affect privacy concerns and how has such an effect changed over the past five years?
3. METHOD
To empirically explore the paradoxical privacy concern phenomenon, this study used the 2015-2019 < Korea Media Panel > data of KISDI as bases in analyzing how media use and privacy concerns had been changed by demographic factors and how the effect of media use on privacy concerns had been altered during the recent five years. < Korea Media Panel > data are nationally approved since 2010 for measuring annual cross-media usage behaviors for various media contents, targeting approximately 10,000 people aged 6 and over in approximately 5,000 households in 17 cities and provinces nationwide. This study used five-year data measured and collected from 2015 to 2019 among media panel data.
The final analysis of this study was the response data involving 5,666 people in 2015, 5,751 people in 2016, 5,852 people in 2017, 5,965 people in 2018, and 6,056 people in 2019. Although there are some differences by year, the proportion of women (55.7%-56.9%) was slightly higher than that of men (44.0% to 44.3%). Those aged 19-29 years account for 10.9%-12.7%; 30s, 9.0%-14.3%; 40s, 21.4%-25.6%; 50s, 21.0%-22.6%; 60s, 14.9%-15.5%; and 70s and above, 13.3%-18.8%.
4. RESULTS
For the first research question, personal privacy concerns were examined using demographic variables. First, privacy concerns according to gender factors showed a statistically significant difference from 2015 to 2019(F2015=3.84, p<.05; F2016=5.29, p<.05; F2017=12.06, p<.01; F2018=13.99, p<.001; F2019=25.91, p<.001). However, note that men were more concerned with privacy than women in 2015 and 2016, but women were more concerned with privacy than men from 2017 to 2019. Second, privacy concerns by age have changed with a statistically significant difference over the past five years. However, privacy concerns of specific age groups showed substantial difference depending on the period. Third, for privacy concerns according to individual education levels, the lower the education level, the lower the privacy concerns in 2015 and 2016. After the 2017 survey, the higher the education level, the lower the privacy concerns (80.662≤Fs≤441.20, p<.001). Fourth, privacy concerns according to individual income levels also showed statistically significant differences between groups (22.06≤Fs≤112.84, p<.001), but there was no consistent behavioral change.
To explore the second research question, this study conducted a hierarchical regression analysis using gender, age, education level, and personal income as main demographic factors affecting individual privacy concerns as main variables in the first stage and social media use in the second stage. For hierarchical regression analysis, multicollinearity performance with tolerance
Table 1. Impact of Social Media Use on Privacy Concerns (2015-2019)
and variance inflation factor VIF) applied (1.17≤VIF≤2.33) and Durbin-Watson d applied autocorrelation assumption test were conducted, confirming that all results were not violated (1.14≤Durbin-Watson's ds≤ 1.32). As a result of analyzing the effect of social media use on privacy concerns by year after controlling for gender, age, education level, and personal income variables (Model 2), social media use increased to privacy concerns only in 2016 and 2018 (model 2). The result was found to have a significant effect (β2016=-.050, p<.001; β2018=-.028, p<.05). The paradoxical phenomenon that privacy concerns decrease as social media use increases was confirmed.
The analysis results for < Research Question 1 > and < Research Question 2 > indicated that the use of social media and concerns with privacy show an increasing trend compared with the previous year. As a result of regression analysis in 2016, the paradoxical phenomenon of lower privacy concerns as social media use increased was confirmed in the same year. However, whether or not the paradoxical phenomenon is common is difficult to conclude. Note that the 2017 analysis showed that social media use and privacy concerns do not have any effect. In 2017, the use of social media decreased compared with that in the previous year (4.41→4.36), and concerns with privacy increased (3.17→4.27). In the 2018 analysis result, a paradoxical phenomenon was confirmed again, in which social media use increased (4.36→4.75) compared with that in the previous year, while privacy concerns decreased (4.27→3.98). Regression analysis in 2018 showed similar results. However, the 2019 regression analysis indicated that social media use and privacy concerns do not have a significant effect. Even when compared with the results in 2018, social media use slightly increased and privacy concerns increased. That is, there was no paradoxical phenomenon in 2019.
5. CONCLUSION AND DISCUSSION
In conclusion, a temporary privacy paradox was identified between social media use and privacy concerns, but this result was limited to year-specific data. This result requires careful interpretation because it is the result of data analysis for each independent year. However, when viewed from 2015 to 2019, it appears reasonable to interpret the paradoxical phenomenon of privacy concerns as being difficult to see as a general phenomenon or trend, given that social media use and privacy concerns are on the rise. This study indicates that the term “privacy paradox” required further empirical research though the elaborated analysis model. Despite the limitation imposed by the usage of secondary data, this study has some implications for exploring the causal relation between social media use and privacy concerns and suggesting the application of the dynamic privacy paradox approach.

KCI등재

3전파응용산업의 경제적 파급효과 분석

저자 : 김태한 ( Taehan Kim ) , 변희섭 ( Hee Sub Byun )

발행기관 : 정보통신정책학회 간행물 : 정보통신정책연구 29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73-110 (3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5G 등 무선 네트워크 기술의 발전으로 인해 전파의 활용 범위가 다양한 산업으로 확대되고 있다. 이러한 변화는 관련 산업 진흥을 목표로 하는 전파 관리자의 관점에서 전파응용산업을 재인식하고, 이의 경제적 파급력을 재측정할 필요성을 제기한다. 이를 통해 분배·할당, 회수·재배치 등 전파 정책의 기대효과를 계량화할 수 있을 것이다. 본 연구는 5G의 도입으로 인해 확대된 전파응용산업을 인식하고 이러한 산업이 유발하는 경제적 파급효과를 측정한다. 산업연관분석을 통한 분석결과, 전파응용산업의 생산유발계수는 1.9051, 부가가치유발계수는 0.7175, 취업유발 계수는 7.0511, 고용유발계수는 5.7061로 관찰된다. 한편, 생산유발계수는 5G 도입 이전 분류된 산업에 비해 상승한 것으로 나타나 전파응용산업이 국민경제에 갖는 경제적 영향력이 확대되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다. 본 연구의 결과는 산업발전기반의 조성, 효율적인 전파자원 관리 등을 목표한 전파 정책 수립의 기초자료로 활용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The range of spectrum use is expanding to various industries due to the development of wireless network technologies such as 5G. From the point of view of a regulator who aims to promote economic development, these changes raise the need to re-classify the spectrum industry and to re-estimate its economic impact. This can contribute to quantifying the effects of spectrum policies on the allocation and refarming of the spectrum. This study estimates the economic impact of the spectrum industry that has expanded since the deployment of 5G. As a result of the inter-industry analysis, we find that the production inducement coefficient of spectrum industry is 1.9051, the value-added inducement coefficient is 0.7175, the job inducement coefficient is 7.0511, and the employment inducement coefficient is 5.7061. On the other hand, the production inducement effect is risen after the deployment of 5G, confirming that the economic impact of the spectrum industry is expanding. The results of this study can be used as basic data for establishing spectrum policies for industrial development and the efficient use of spectrum.

KCI등재

4AI 추천 알고리즘 편향성과 규제에 관한 연구

저자 : 김승현 ( Seunghyun Kim ) , 김시원 ( Siwon Kim ) , 안정민 ( Jungmihn J. Ahn )

발행기관 : 정보통신정책학회 간행물 : 정보통신정책연구 29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11-144 (3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AI 기술이 비약적으로 발전하면서 다양한 플랫폼에서 이용자 맞춤형의 'AI 추천 알고리즘'이 활용되고 있다. AI 추천 알고리즘은 서비스 이용자의 취향에 맞추어 적절하게 콘텐츠를 추천하는 기술로써 방대한 정보의 늪에서 '선택'을 위해 필수적으로 사용할 수밖에 없는 기술이기도 하다. 플랫폼은 프로파일링을 토대로 한 이용자 취향을 그 선택의 기준으로 삼고 맞춤형의 정보를 추출하여 제공하다 보니 이용자는 자신과 유사한 경향의 사람들과만 소통하게 되어 점점 에코 챔버(echo chamber) 현상에 빠질 수 있다는 우려의 목소리도 높아지고 있다. 이러한 문제는 UGC와 결합하여 코로나 19과 같은 사회 공통적인 현상에 대해 잘못된 사실관계나 정보를 통해 여론 양극화 현상으로 이어지고 있다.
본 연구는 실험을 통해 유튜브의 AI 추천 알고리즘은 이용자가 허위거나 사실관계가 명확하지 않은 UGC 같은 영상을 시청하기 시작하면 계속해서 이런 UGC 위주로 추천함으로써 이용자가 공신력 있는 콘텐츠를 통해 정확한 정보를 받아들이기 어려운 상황에 빠져들 위험성에 노출되어 있다는 것을 확인하였다. 또한 AI의 부작용으로 인식되고 있는 편향성 발생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AI 추천 알고리즘 실태를 분석하고 이에 대한 해외 각국의 정책과 규제를 비교법적으로 탐색했다.
우리나라를 비롯한 여러 국가들의 알고리즘 관련 규제안과 가이드라인을 분석한 결과 '이용자 중심', 'AI 알고리즘의 투명한 공개' 등 상당한 부분에서 공통적인 내용을 찾아볼 수 있으며, 또한 비록 규범력에서 차이는 발견되고 있으나 규제안 제정에 이미 상호 영향을 미치고 있음을 확인하였다. 이를 기초로 본 연구는 AI 추천 알고리즘에 대한 우리나라의 정책과 규제 방향을 비교법적으로 분석하며 그 효과를 검토하고, AI 추천 알고리즘 편향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대안으로 가이드라인의 구체화 방안과 이용자 선택권의 강화방안을 제시하였다.


With the rapid development of artificial intelligence technology, user-customized AI recommendation algorithms are being used on various platforms. AI recommendation algorithms suggest content deemed of interest to users based on user history and are necessary, to a large extent, to allow 'selection' from a vast pool of information. As platforms offer recommendations based on user preference profiling, there are concerns that users increasingly interact only with like-minded individuals and thus fall into an echo chamber. Such a problem, combined with UGC, leads to a polarization of public opinion, caused by false facts and misinformation on common social issues such as COVID-19.
This study confirms, through experiments, that YouTube's AI recommendation algorithm makes it difficult for users to obtain accurate information through reliable content, once they begin watching UGC containing false or unconfirmed facts, as the algorithm continues to recommend UGC of similar nature. This study also examines AI recommendation algorithms to check for AI bias and compares relevant policies and regulations in different countries.
Our analysis of regulatory proposals and guidelines on algorithms shows considerable similarity between Korea and other countries, regarding 'user-centricity' and 'transparent disclosure' of AI algorithms. And, although differences have been observed in the scope of regulation, the examined proposals and guidelines are found to be drawing influence from one another. Based on such findings, this study provides a comparative analysis of South Korea's policies and regulatory directions for AI recommendation algorithms, considers their effects, and proposes such measures as establishing concrete guidelines and supporting user choices to solve the bias problem of AI recommendation algorithms.

KCI등재

5SVOD OTT 서비스 비이용자의 이용의도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 연구: 혁신저항의 매개효과

저자 : 정서현 ( Seo-hyun Jung ) , 박주연 ( Joo-yeun Park )

발행기관 : 정보통신정책학회 간행물 : 정보통신정책연구 29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45-176 (3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SVOD OTT 서비스를 미디어 이용자의 이용행태에 변화를 가져온 혁신 서비스로 간주하였다. 그리고 SVOD OTT 서비스를 이용하지 않는 비이용자 집단에 초점을 맞추고, 이들의 SVOD OTT 서비스 이용의도에 영향을 미치는 예측 요인을 살펴보고자 하였다. 또한 이 과정에 혁신저항의 매개효과를 확인해보고자 하였다. 혁신확산이론을 기반으로 개인의 혁신성, 인지된 혁신특성(상대적 이점, 복잡성, 인지된 프라이버시 위험), 그리고 OTT 서비스의 특성(콘텐츠 다양성, 인지된 비용, 추천 시스템 선호도)이 SVOD OTT 서비스 이용의도에 미치는 영향을 확인하고, 이 가운데 혁신저항의 매개효과를 분석하였다. 연구결과는 첫째, 개인의 혁신성, 상대적 이점, 콘텐츠 다양성, 인지된 비용, 추천 시스템 선호도가 SVOD OTT 서비스 이용의도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복잡성과 인지된 프라이버시 위험, 콘텐츠 다양성, 추천 시스템 선호도는 혁신저항을 매개하여 SVOD OTT 서비스 이용의도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본 연구는 혁신확산이론의 타당성을 재검토한 동시에, 인지된 혁신 특성뿐 아니라 혁신 서비스의 특성이 가진 설명력이 높게 나타나고 있음을 확인하였다. 또한 혁신저항의 매개역할을 검증하며, OTT 서비스 채택 등 뉴미디어 채택 연구에서 혁신저항 변인의 중요성을 강조하였다.


This study regarded the SVOD OTT service as an innovative service. This is because it has brought about a change in the usage behavior of media users. In addition, this study focused on the group of non-users who have not used the SVOD OTT service and attempted to examine the explanatory variables that influence their intention to use the SVOD OTT service. And in this process, this study attempted to confirm the mediating effect of innovation resistance. Based on the theory of innovation diffusion, the effects of innovativeness, perceived innovation characteristics (relative advantage, complexity, perceived privacy risk), and OTT service characteristics (content diversity, perceived cost, recommendation system preference) on SVOD OTT service usage intention were confirmed. And the mediating effect of innovation resistance was analyzed. The research results are as follows. First, it was found that innovativeness, relative advantage, content diversity, perceived cost, and recommendation system preference influenced the intention to use the SVOD OTT service. Second, it was found that complexity, perceived privacy risk, content diversity, and recommendation system preference influence the intention to use the SVOD OTT service by mediating innovation resistance. This study reaffirmed the validity of the theory of innovation diffusion. In addition, it was confirmed that the influence of service characteristics as well as perceived innovation characteristics in the adoption of OTT services was high. And the mediating role of innovation resistance was verified. Therefore, this study emphasized the importance of innovation resistance variables in new media adoption studies such as the adoption of OTT services.

KCI등재

6유튜브의 개인화 알고리즘이 '허위정보 경험에 대한 인식'에 미치는 영향

저자 : 황주성 ( Jooseong Hwang )

발행기관 : 정보통신정책학회 간행물 : 정보통신정책연구 29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77-213 (3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2010년대 중반 이후 소셜미디어를 통한 허위정보의 생성 및 유포가 점차 늘어나고 있다. 페이스북과 유튜브와 같은 소셜미디어가 허위정보의 주요 통로로 지목되는 것은, 이들이 반향실 효과와 필터버블 효과를 창출함으로써 개인의 미디어 소비를 편향되게 만드는 것으로 추정되기 때문이다. 하지만, 소셜미디어의 편향 효과에 대한 논의는 무성한 데 비해, 그것과 허위정보와의 관계를 객관적으로 밝혀주는 경험 연구는 많지 않은 편이다. 또한, 반향실 효과와 필터버블 효과가 둘 다 허위정보 경험에 영향을 미치는지를 검증한 실증연구 역시 충분하지 않다. 본 연구는 2018년 한국언론재단의 “동영상 검색과 허위정보 노출 경험”에 대한 설문조사 원자료를 활용하여, 유튜브의 반향실 효과와 필터버블 효과가 실제로 '허위정보 경험에 대한 인식'에 영향을 미치는지를 실증적으로 밝혀보고자 한다. 분석 결과 유튜브 플랫폼의 구독을 통한 반향실 효과는 '허위정보 경험에 대한 인식'에 정적(+) 관련성을 보인 반면, 추천 알고리즘을 통한 필터버블 효과는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효과를 보이지 않았다. 그리고, 유튜브 이용 빈도와 뉴스/시사 시청 여부는 허위정보에 경험에 유의미한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결과는 유튜브의 알고리즘 효과가 자동화된 추천보다는 이용자에 의한 자발적인 선택적 노출의 결과라는 점에서 학문적으로 또 정책적으로 의미를 갖는다고 하겠다.


Since mid-2010s, creation and distribution of disinformation through social media has been increasing. Social media such as Facebook, Tweeter and YouTube are regarded as major channels of disinformation in that they bias individual media consumption through echo chamber effects and filter bubble effects. However, while discussions on the bias effects of social media are abundant, there are few empirical studies that objectively reveal the relationship between social media and disinformation. This paper empirically investigated if YouTube's echo chamber effects and filter bubble effects actually affect perceptions of disinformation experiences, using the raw data of the 2018 Korea Press Foundation's survey. As a result of the analysis, echo chamber effects through subscription to YouTube platform showed positive (+) relation to the perceptions of disinformation experiences. On the other hand, filter bubble effects through algorithmic recommendation did not show a statistically significant effect. These results are academically and politically meaningful in that YouTube's algorithmic effect is the result of echo chamber effects by users rather than filter bubble effects of algorithm-based recommendation platform.

1
권호별 보기
같은 권호 다른 논문
| | | | 다운로드

KCI등재

1EU 집행위원회의 공영방송 재원 규제: EU 국가보조 금지 법규와 공영방송

저자 : 강형철 ( Hyung-cheol Kang )

발행기관 : 정보통신정책학회 간행물 : 정보통신정책연구 29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33 (3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수신료 등 공영방송의 공적 재원에 대한 EU 집행위원회(EC)의 규제에 대해 알아보았다. 이를 위해 EU 조약 내의 국가보조(State aid) 금지 등 관련 조항들과 EC가 공표한 가이드라인 등을 검토하였다. 아울러 공영방송 공적 재원과 관련해 문제가 제기된 사례들을 EC가 어떻게 처리하고 결정했는지 분석하였다. 그 결과, EC는 기본적으로 수신료 등을 EU 기능조약(TFEU) 107조 1항에서 금지하는 국가보조로 전제하고 있음을 알 수 있었다. 그 대신 EC는 이것에 '일반적 경제이익 서비스'(Service of General Economic Interest) 조항(TFEU 106조 2항)을 적용, 특정 조건 아래 용인하는 프레임을 지닌다. 그런데 이 특정 조건의 설정과 해석 등을 역내 자유시장을 주요 목표로 하는 EC가 설정하면서 유럽 공영방송이 공영미디어로 이행해가는 것을 제한해왔다. 이 과정에서 공영방송 수신료 등에 대한 투명성은 제고되었으나, 개별 국가의 자율성은 약해졌으며 공영방송도 지속 가능성에 부담을 갖게 되었다는 평가를 받는다. EU의 사례는 한국에서 공영방송의 진화 가능성을 생각한다면 공영방송에 대한 정체성과 수신료의 의미 등을 재점검해보아야 한다는 시사점을 준다.

KCI등재

2프라이버시 역설 현상의 동태적 변화 탐색: 소셜미디어 이용과 프라이버시 염려를 중심으로

저자 : 고흥석 ( Koh Heungseok )

발행기관 : 정보통신정책학회 간행물 : 정보통신정책연구 29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35-72 (3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연구는 급속한 미디어 환경 변화 속에서 개인의 소셜미디어 이용과 프라이버시 염려(privacy concern)에 대한 실증적 분석을 통해 역설적 프라이버시 현상이 어떻게 변화했는지 탐색하고자 한다. 정보통신정책연구원(KISDI)의 <한국미디어패널> 자료(2015∼2019)를 토대로 인구사회학적 변인에 따라 소셜미디어 이용과 프라이버시 염려가 어떻게 변화했으며, 소셜미디어 이용이 프라이버시 염려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분석하였다. 연구결과, 소셜미디어 이용에 영향을 미치는 가장 핵심적인 요인은 연령 요인으로 나타났으나, 프라이버시 염려에 대해서는 인구사회학적 요인에 따라 일관된 결과를 보이지는 않았다. 프라이버시 염려가 소셜미디어 이용에 미치는 영향이 일관되게 나타나지 않은 것으로 보아 프라이버시 역설 현상이 온전히 이론적 수준에서 받아들여지는 한계가 있다는 점을 밝혔다. 이 연구는 2차 데이터를 활용한 연구의 한계에도 불구하고, 최근 사회적 이슈로 제기되고 있는 프라이버시 염려에 대해 동태적 시각에서 실증적으로 분석했다는 점에서 의미를 지니고 있다.

KCI등재

3전파응용산업의 경제적 파급효과 분석

저자 : 김태한 ( Taehan Kim ) , 변희섭 ( Hee Sub Byun )

발행기관 : 정보통신정책학회 간행물 : 정보통신정책연구 29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73-110 (3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5G 등 무선 네트워크 기술의 발전으로 인해 전파의 활용 범위가 다양한 산업으로 확대되고 있다. 이러한 변화는 관련 산업 진흥을 목표로 하는 전파 관리자의 관점에서 전파응용산업을 재인식하고, 이의 경제적 파급력을 재측정할 필요성을 제기한다. 이를 통해 분배·할당, 회수·재배치 등 전파 정책의 기대효과를 계량화할 수 있을 것이다. 본 연구는 5G의 도입으로 인해 확대된 전파응용산업을 인식하고 이러한 산업이 유발하는 경제적 파급효과를 측정한다. 산업연관분석을 통한 분석결과, 전파응용산업의 생산유발계수는 1.9051, 부가가치유발계수는 0.7175, 취업유발 계수는 7.0511, 고용유발계수는 5.7061로 관찰된다. 한편, 생산유발계수는 5G 도입 이전 분류된 산업에 비해 상승한 것으로 나타나 전파응용산업이 국민경제에 갖는 경제적 영향력이 확대되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다. 본 연구의 결과는 산업발전기반의 조성, 효율적인 전파자원 관리 등을 목표한 전파 정책 수립의 기초자료로 활용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KCI등재

4AI 추천 알고리즘 편향성과 규제에 관한 연구

저자 : 김승현 ( Seunghyun Kim ) , 김시원 ( Siwon Kim ) , 안정민 ( Jungmihn J. Ahn )

발행기관 : 정보통신정책학회 간행물 : 정보통신정책연구 29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11-144 (3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AI 기술이 비약적으로 발전하면서 다양한 플랫폼에서 이용자 맞춤형의 'AI 추천 알고리즘'이 활용되고 있다. AI 추천 알고리즘은 서비스 이용자의 취향에 맞추어 적절하게 콘텐츠를 추천하는 기술로써 방대한 정보의 늪에서 '선택'을 위해 필수적으로 사용할 수밖에 없는 기술이기도 하다. 플랫폼은 프로파일링을 토대로 한 이용자 취향을 그 선택의 기준으로 삼고 맞춤형의 정보를 추출하여 제공하다 보니 이용자는 자신과 유사한 경향의 사람들과만 소통하게 되어 점점 에코 챔버(echo chamber) 현상에 빠질 수 있다는 우려의 목소리도 높아지고 있다. 이러한 문제는 UGC와 결합하여 코로나 19과 같은 사회 공통적인 현상에 대해 잘못된 사실관계나 정보를 통해 여론 양극화 현상으로 이어지고 있다.
본 연구는 실험을 통해 유튜브의 AI 추천 알고리즘은 이용자가 허위거나 사실관계가 명확하지 않은 UGC 같은 영상을 시청하기 시작하면 계속해서 이런 UGC 위주로 추천함으로써 이용자가 공신력 있는 콘텐츠를 통해 정확한 정보를 받아들이기 어려운 상황에 빠져들 위험성에 노출되어 있다는 것을 확인하였다. 또한 AI의 부작용으로 인식되고 있는 편향성 발생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AI 추천 알고리즘 실태를 분석하고 이에 대한 해외 각국의 정책과 규제를 비교법적으로 탐색했다.
우리나라를 비롯한 여러 국가들의 알고리즘 관련 규제안과 가이드라인을 분석한 결과 '이용자 중심', 'AI 알고리즘의 투명한 공개' 등 상당한 부분에서 공통적인 내용을 찾아볼 수 있으며, 또한 비록 규범력에서 차이는 발견되고 있으나 규제안 제정에 이미 상호 영향을 미치고 있음을 확인하였다. 이를 기초로 본 연구는 AI 추천 알고리즘에 대한 우리나라의 정책과 규제 방향을 비교법적으로 분석하며 그 효과를 검토하고, AI 추천 알고리즘 편향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대안으로 가이드라인의 구체화 방안과 이용자 선택권의 강화방안을 제시하였다.

KCI등재

5SVOD OTT 서비스 비이용자의 이용의도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 연구: 혁신저항의 매개효과

저자 : 정서현 ( Seo-hyun Jung ) , 박주연 ( Joo-yeun Park )

발행기관 : 정보통신정책학회 간행물 : 정보통신정책연구 29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45-176 (3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SVOD OTT 서비스를 미디어 이용자의 이용행태에 변화를 가져온 혁신 서비스로 간주하였다. 그리고 SVOD OTT 서비스를 이용하지 않는 비이용자 집단에 초점을 맞추고, 이들의 SVOD OTT 서비스 이용의도에 영향을 미치는 예측 요인을 살펴보고자 하였다. 또한 이 과정에 혁신저항의 매개효과를 확인해보고자 하였다. 혁신확산이론을 기반으로 개인의 혁신성, 인지된 혁신특성(상대적 이점, 복잡성, 인지된 프라이버시 위험), 그리고 OTT 서비스의 특성(콘텐츠 다양성, 인지된 비용, 추천 시스템 선호도)이 SVOD OTT 서비스 이용의도에 미치는 영향을 확인하고, 이 가운데 혁신저항의 매개효과를 분석하였다. 연구결과는 첫째, 개인의 혁신성, 상대적 이점, 콘텐츠 다양성, 인지된 비용, 추천 시스템 선호도가 SVOD OTT 서비스 이용의도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복잡성과 인지된 프라이버시 위험, 콘텐츠 다양성, 추천 시스템 선호도는 혁신저항을 매개하여 SVOD OTT 서비스 이용의도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본 연구는 혁신확산이론의 타당성을 재검토한 동시에, 인지된 혁신 특성뿐 아니라 혁신 서비스의 특성이 가진 설명력이 높게 나타나고 있음을 확인하였다. 또한 혁신저항의 매개역할을 검증하며, OTT 서비스 채택 등 뉴미디어 채택 연구에서 혁신저항 변인의 중요성을 강조하였다.

KCI등재

6유튜브의 개인화 알고리즘이 '허위정보 경험에 대한 인식'에 미치는 영향

저자 : 황주성 ( Jooseong Hwang )

발행기관 : 정보통신정책학회 간행물 : 정보통신정책연구 29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77-213 (3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2010년대 중반 이후 소셜미디어를 통한 허위정보의 생성 및 유포가 점차 늘어나고 있다. 페이스북과 유튜브와 같은 소셜미디어가 허위정보의 주요 통로로 지목되는 것은, 이들이 반향실 효과와 필터버블 효과를 창출함으로써 개인의 미디어 소비를 편향되게 만드는 것으로 추정되기 때문이다. 하지만, 소셜미디어의 편향 효과에 대한 논의는 무성한 데 비해, 그것과 허위정보와의 관계를 객관적으로 밝혀주는 경험 연구는 많지 않은 편이다. 또한, 반향실 효과와 필터버블 효과가 둘 다 허위정보 경험에 영향을 미치는지를 검증한 실증연구 역시 충분하지 않다. 본 연구는 2018년 한국언론재단의 “동영상 검색과 허위정보 노출 경험”에 대한 설문조사 원자료를 활용하여, 유튜브의 반향실 효과와 필터버블 효과가 실제로 '허위정보 경험에 대한 인식'에 영향을 미치는지를 실증적으로 밝혀보고자 한다. 분석 결과 유튜브 플랫폼의 구독을 통한 반향실 효과는 '허위정보 경험에 대한 인식'에 정적(+) 관련성을 보인 반면, 추천 알고리즘을 통한 필터버블 효과는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효과를 보이지 않았다. 그리고, 유튜브 이용 빈도와 뉴스/시사 시청 여부는 허위정보에 경험에 유의미한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결과는 유튜브의 알고리즘 효과가 자동화된 추천보다는 이용자에 의한 자발적인 선택적 노출의 결과라는 점에서 학문적으로 또 정책적으로 의미를 갖는다고 하겠다.

1
주제별 간행물
간행물명 최신권호

한국지방세연구원 연차보고서
2021권 0호

VIP Report
740권 0호

한국경제주평
930권 0호

TIP(TAX ISSUE PAPER)
76권 0호

주간금융브리프
31권 15호

재정포럼
313권 0호

해양한국
2022권 8호

KCI등재

노동경제논집
45권 2호

저널 물 정책·경제
37권 0호

KCI등재

한국물류학회지
32권 3호

KIF working paper
2022권 15호

한국지방세연구원 수시연구보고서
2022권 8호

한국지방세연구원 기획보고서
2021권 9호

이슈리포트
2022권 6호

보험연구원 연구보고서
2022권 4호

공공기관과 국가정책
2021권 2호

한국조세연구원 연차보고서
2021권 0호

세법연구
2021권 9호

KCI등재

국제경제연구
28권 2호

KCI등재

통상정보연구
24권 2호
발행기관 최신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발행기관 최신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