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문 상세보기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 정서·행동장애연구> ADHD 아동·청소년의 비약물적 중재에 대한 고찰

KCI등재

ADHD 아동·청소년의 비약물적 중재에 대한 고찰

A Review of Non-Pharmacotherapy for Children & Adolescents with Attention Deficit Hyperactivity Disorder

이상훈 ( Lee Sang Hoon )
  • :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
  • : 정서·행동장애연구 38권2호
  • : 연속간행물
  • : 2022년 06월
  • : 1-44(44pages)
정서·행동장애연구

DOI

10.33770/JEBD.38.2.1


목차

Ⅰ. 서론
Ⅱ. 연구 방법
Ⅲ. ADHD 아동·청소년 대상 비약물적 중재의 지침 및 중요성과 중재유형
Ⅳ. ADHD 아동·청소년 대상 비약물적 중재연구의 동향과 중재유형별 특성
Ⅴ. 논의 및 제언
참 고 문 헌

키워드 보기


초록 보기

본 연구는 ADHD 아동·청소년을 위한 비약물적 중재의 지침과 필요성, 중재유형 그리고 최근 20년간 국내 학술지에 발표된 논문 301편을 분석하여 비약물적 중재연구의 동향과 중재유형별 특성을 고찰했고 그 결과는 다음과 같다. 국가별 지침에는 일차치료로 부모교육, 환경 수정 그리고 행동치료와 교실행동중재, 교육적 중재를 포함하는 근거기반의 비약물적 중재를 권고한다. 따라서 우리나라도 중재절차가 포함된 구체적인 지침과 교육적 중재 및 지원의 법적, 제도적 기반을 마련해야 한다. 비약물적 중재는 ADHD 증상, 기능적 손상, 중복장애, 이차증상 등의 치료를 위해 필수적이므로 다양한 중재방법들을 개발하고 효과성과 안전성 검증에 기반한 제도적 인증과 지원을 고려해야 한다. 국내 ADHD 아동·청소년의 비약물적 중재연구는 주로 ADHD 진단 아동을 대상으로 무작위대조군 설계법에 근거하여 미술 및 감각·운동 중재를 11∼20회기 실시하여 복합적 요인에 미치는 영향을 규명하고 있다. 본 연구에서 비약물적 중재연구에서 적용한 중재방법들을 9개 유형으로 분류하여 특성을 고찰했으나 가족과 교사들의 실제적인 이해와 선택을 돕기 위해서는 전문학술단체에서 중재방법의 안전성과 효과성에 대한 주기적 연구와 지침 개발 등의 역할을 적극 수행해야 한다.
This study analyzed the guidelines and necessity of non-pharmacological interventions for children and adolescents with ADHD, the types of interventions, and 301 papers published in domestic academic journals over the past 20 years, and examined the trends and characteristics of non-pharmacological interventions by intervention type. The result is as follows. National guidelines recommend evidence-based non-pharmacological interventions including parental education, environmental modification, behavioral therapy, classroom behavioral interventions, and educational interventions as primary treatment. Therefore, Korea also needs to present specific guidelines including intervention procedures, and establish a legal and institutional basis for educational intervention and support. Non-pharmacological interventions are essential for solving problems caused by ADHD symptoms, functional impairment, overlapping disorder, and secondary symptoms. Therefore, various intervention methods should be developed, and institutional certification and support based on verification of the effectiveness and safety of intervention methods can be considered. Non-pharmacological intervention studies of children and adolescents with ADHD over the past 20 years have mainly focused on children diagnosed with ADHD, based on a randomized control group design method, performing art and sensory/motor interventions for 11∼20 sessions to investigate the effects of complex factors. In this study, intervention methods shown in non-pharmacological intervention studies were classified into 9 intervention types and their characteristics were considered. However, in order to help families and teachers in practical understanding and choice, a professional academic society should conduct periodic research on the safety and effectiveness of interventions and develop guidelines.

UCI(KEPA)

간행물정보

  • : 사회과학분야  > 교육
  • : KCI등재
  • :
  • : 계간
  • : 1226-4415
  • : 2733-9106
  • : 학술지
  • : 연속간행물
  • : 1985-2022
  • : 1562


저작권 안내

한국학술정보㈜의 모든 학술 자료는 각 학회 및 기관과 저작권 계약을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이에 본 자료를 상업적 이용, 무단 배포 등 불법적으로 이용할 시에는 저작권법 및 관계법령에 따른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38권3호(2022년 09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CEC 질적지표에 근거한 ADHD 아동의 비약물적 중재연구 특성 분석

저자 : 이상훈 ( Lee Sang Hoon )

발행기관 :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 간행물 : 정서·행동장애연구 38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28 (2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최근 5년간(2017∼2021년) 국내 학술지에 발표된 ADHD 아동대상의 비약물적 중재연구 중 집단비교연구와 단일대상연구의 특성을 미국 CEC(2014)의 질적지표(Quality Indicators)에 근거하여 분석했고, 연구의 결론 및 제언은 다음과 같다. 국내 비약물적 중재연구 중에서 CEC 기준에 부합하는 연구는 제한적이며 평균적으로 질적 수준은 높지 않지만 중재대상과 연구유형별 특성에 부합하는 절차와 방법을 사용하여 과학적으로 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그러나 일부 연구에서 중재환경이나 중재자, 중재시간, 집단 배정방식 등 주요 연구변인을 간과하거나 신뢰도와 타당도를 보고하지 않고 적합하지 않은 연구설계법을 적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따라서 연구의 방법과 절차, 결과에 대한 타당성과 신뢰성을 객관적으로 입증할 수 있도록 연구방법적으로 보다 과학적인 설계와 세심한 검토가 필요하다. 아울러 국내 ADHD 아동을 위한 비약물적 중재연구의 활성화와 연구의 질적 개선을 위한 질적지표 개발, 나아가 근거기반실제(EBP)의 기준을 마련할 수 있도록 개별 연구자와 관련 학회, 학계에서 적극적으로 관심을 가지고 노력해 주기를 기대한다.


In this study, the characteristics of a group comparison study and a single subject study among non-pharmacological intervention studies on children with ADHD published in domestic academic journals for the past 5 years (2017∼2021) were evaluated on the Quality Indicators (QI) of the US CEC (2014). Based on the analysis, the conclusions and recommendations are as follows. Among domestic non-pharmacological intervention studies, studies that meet the CEC standards are limited and, on average, the quality level is not high, but scientific research is being conducted using procedures and methods that match the characteristics of intervention subject and each research type. However, in some studies, major research variables such as the intervention environment, intervention agent, intervention time, and group assignment method were overlooked, reliability and validity were not reported, and inappropriate research design and implementation were also found. Therefore, more scientific design and careful review are needed in terms of research methods so that the validity and reliability of the research methods, procedures, and results can be objectively verified. In addition, we expect active interest and efforts from individual researchers and related societies, and academia to activate non-pharmacological intervention research, develop qualitative indicators to improve the quality of research, and provide evidence-based practice (EBP) standards for children with ADHD in Korea.

KCI등재

2자폐스펙트럼장애(ASD) 아동의 공존증상과 도전행동의 구조적 관계 탐색

저자 : 송재옥 ( Song Jae Ok ) , 전병운 ( Jeon Byeong Un )

발행기관 :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 간행물 : 정서·행동장애연구 38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29-58 (3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의 목적은 자폐스펙트럼장애(ASD) 아동에게 나타나는 도전행동과 관련 변인 간의 구조적 관계를 탐색하여 도전행동의 예측 경로를 밝히는 것이다. 본 연구의 대상은 국내 특수학교와 초·중·고등학교 특수학급에 재학 중인 6∼18세의 ASD 아동 668명이며, 설문은 이들을 6개월 이상 지도한 담임교사가 답하였다. 정보 제공자인 담임교사는 ASD 아동의 인구통계학적 정보, 자폐증상심각도, 표현언어능력, 불안, 우울, 주의력결핍 과잉행동, 수면문제, 도전행동 등에 관련된 온라인 설문에 답하였다. 연구의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자폐증상심각도와 수면문제는 ASD 아동의 모든 공존증상을 직접적으로 유의하게 예측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자폐증상심각도가 수면문제를 매개로 하여 우울, 불안,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을 예측하는 경로도 모두 유의한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표현언어능력은 ASD 아동의 도전행동을 부적(-)으로 예측하였으며, 불안, 우울,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은 ASD 아동의 도전행동을 정적(+)으로 예측하였다. 셋째, 자폐증상심각도는 도전행동을 직접적으로 예측하지는 않았으나 수면문제, 불안, 주의력결핍 과잉행동 등의 공존증상을 매개로 하여 도전행동을 예측하였다. 또한 수면문제도 직접적으로 도전행동을 예측하지는 않았으나 불안과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을 매개로 하여 도전행동을 예측하였다. 모든 특정간접효과 경로에서 우울이 포함된 경로는 유의하지 않았다. 이와 같은 결과를 바탕으로 논의와 제언을 하였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identify the risk factors that predict comorbidities and challenging behaviors. The subjects of the present study were 668 6-18-year-old ASD children enrolled in special schools and special classes in elementary, middle, and high schools nationwide, and the information provider for them was the homeroom teacher who had known them for at least six months. Teachers of children with ASD were asked to complete the following online survey about the children with ASD, such as their demographic information, autism symptom severity, expressive language skills, anxiety, depression, attention deficit hyperactivity, sleep problems, and challenging behaviors. A structural equation model analysis was used to identify the predictors of comorbidities and challenging behaviors of children with ASD and to assess significant pathways for predicting challenging behaviors. The research findings are as follows. First, autism symptom severity and sleep problems significantly predicted all comorbidities in children with ASD. Sleep problems mediated the relationship between autism symptom severity and each comorbidity. Seconds, expressive language ability negatively predicted challenging behaviors in children with ASD, while anxiety, depression, and attention deficit/hyperactivity positively predicted challenging behaviors of children with ASD. Thirds, autism symptom severity did not directly predict challenging behavior, but it did predict challenging behavior by mediating comorbidities, such as sleep problems, anxiety, and attention deficit/hyperactivity. Further, sleep problems did not predict challenging behavior directly, but they did predict challenging behavior by mediating anxiety and attention deficit/hyperactivity. None of the specific indirect effects, including depression, were significant.

KCI등재

3장애인의 이동권 보장을 위한 정책 개선방안에 관한 연구 - 교통수단 정책을 중심으로 -

저자 : 공마리아 ( Kong Maria ) , 문영임 ( Moon Young Im ) , 김지혜 ( Kim Ji Hye )

발행기관 :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 간행물 : 정서·행동장애연구 38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59-78 (2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장애인 이동권 보장을 위한 정책 개선방안을 제언하고자 수행되었다. 이를 위해 문헌고찰 및 장애인 이동권 관련 법령 및 이를 기반으로 수립된 정책 현황을 검토하였으며, 교통약자의 대표적인 교통수단인 저상버스와 특별교통수단을 중심으로 현재 실행되고 있는 정책 간 쟁점사항을 분석하였다. 본 연구 결과 저상버스의 적극적인 도입 및 환경 개선, 특별교통수단의 이용 편리성 및 접근성 제고, 지역간 연계 가능한 교통체계 통합 시스템 구축, 민간 범용택시의 도입, 장애인 이동권 제고를 위한 대국민 인식 개선, 장애인 이동권 관련정책 수립 및 법·제도 개선 시 장애인당사자의 적극적인 참여 보장, 교통공학적 관점이 반영된 교통편의시설 제공의 필요성이 제시되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propose a policy improvement plan to guarantee mobility for the disabled. The literature review and laws related to the right to move for the disabled and the current status of policies established based on the laws were reviewed. In particular, issues between policies currently being implemented focusing on low-floor bus and selective special transportation service which are representative Transportation Policy for the persons with disability, were analyzed. As a result of the analysis, we suggest that the necessity of actively introducing low-floor bus, improving the convenience and accessibility of selective special transportation service, establishing of integrated transportation for liaison between regions, introducing universal taxi, improving public awareness to enhance the right to move, enhancing the participation of the disabled in formulating policy, and providing transportation facilities.

KCI등재

4대학생의 몰입상태, 공격성, 도박중독 경향성 간 구조분석

저자 : 조민규 ( Cho Min Kyu )

발행기관 :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 간행물 : 정서·행동장애연구 38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79-102 (2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의 목적은 대학생의 몰입상태, 공격성, 도박중독 경향성 간 인과관계를 검증하는데 있다. 이를 위해, 대구 및 경북, 부산에 거주하는 대학생 644명을 대상으로 몰입상태, 공격성, 도박중독 경향성 도구를 활용하여 자료를 수집하였다. 분석을 위해 SPSS 18.0과 AMOS 18.0 프로그램을 이용 하였으며, 유의수준 .05에서 통계적 유의성을 검증하였다. 연구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대학생의 자기 목적적 경험, 통제감각, 시간 감각의 변화는 도박중독 경향성에 유의한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대학생의 공격성은 도박중독 경향성에 유의한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셋째, 대학생의 자기 목적적 경험, 통제감각, 시간 감각의 변화는 공격성에 유의한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넷째, 대학생의 자기 목적적 경험, 통제감각, 시간 감각의 변화는 공격성을 매개로 도박중독 경향성에 유의한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amine the causal relationship among college students' flow, aggression, and gambling addiction tendency. For this purpose, data were collected from 644 university students residing in Daegu, Gyeongbuk, and Busan using the tools for the state of flow, aggression, and gambling addiction. For the analysis, SPSS 18.0 and AMOS 18.0 programs were used, and statistical significance was verified at a significance level of .05. The research results are as follows. First, it was found that changes in college students' autotelic experience, sense of control, and transformation of time had a significant effect on gambling addiction tendency. Second, college students' aggression was found to have a significant effect on gambling addiction tendency. Third, it was found that the change of autotelic experience, sense of control, and transformation of time of college students had a significant effect on aggression. Fourth, it was found that changes in the autotelic experience, sense of control, and transformation of time of college students had a significant effect on gambling addiction tendency through aggression as a mediation.

KCI등재

5초등학교 고학년의 정서충격 수준에 따른 부모의 성취압력, 학업 스트레스, 적대감, 외현화 문제행동 간의 구조분석

저자 : 성정혜 ( Sung Jung Hye )

발행기관 :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 간행물 : 정서·행동장애연구 38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03-122 (2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에서는 초등학교 고학년 아동의 정서충격 수준에 따라 아동이 지각한 부모의 성취압력과 학업 스트레스, 적대감, 외현화 문제행동 간의 구조적 관계를 살펴보고자 하였다. 이를 위해 한국아동패널의 12차 자료를 활용하였으며, 다집단 분석을 통해 의 정서충격 수준에 따른 영향력의 차이를 검증하였다. 분석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아동의 정서충격 수준에 따라 아동이 지각한 부모의 성취압력과 학업 스트레스, 적대감, 외현화 문제행동에서 유의미한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아동의 정서충격 수준에 따라 아동이 지각한 부모의 성취압력이 학업 스트레스 및 적대감에 미치는 영향력에서 유의미한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다양한 사건들로 인해 심리적으로 충격과 상처를 받은 아동이 많아지고 있는 현대사회에서 아동의 문제행동에 영향을 미치는 변인 간의 관계에서 정서충격 수준에 따른 영향력의 차이를 확인함으로써 아동의 외현화 문제행동을 예방하고 감소시키기 위한 상담 및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진행하는데 기초자료로 제공될 수 있다.


The study's purpose was to examine the structural relationship between children's perceived parental achievement pressure, academic stress, hostility, and externalized behavioral problem according to the children's trauma level. For this purpose, the 12th data of the Panel Study on Korean Children was used. The analysis results are as follows. First, according to the trauma level of children, it was found that there was a significant difference in the children's perceived parental achievement pressure, academic stress, hostility, and externalized behavioral problem. Second, as a result of examining the causal relationship between variables through structural analysis, it was found that children's perceived parental achievement pressure, academic stress, and hostility had a significant direct effect on the externalized behavioral problem. Third, it was found that there was a significant difference in the influence of parental achievement pressure perceived by children on academic stress and hostility according to children's trauma level. Based on this, it was found that the emotional shock caused by past trauma can be a factor that hinders the development of children, and it can be provided as basic data for counseling and programs to prevent and reduce the externalized behavioral problem of children.

KCI등재

6키워드 네트워크 분석을 활용한 신경다양성 연구 동향: 자폐스펙트럼장애를 중심으로

저자 : 정다예 ( Jeong Da Ye ) , 박은실 ( Park Eun Sil ) , 고아라 ( Ko Ara ) , 민지은 ( Min Ji Eun ) , 곽승철 ( Kwak Seung Chul )

발행기관 :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 간행물 : 정서·행동장애연구 38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23-152 (3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연구는 국내·외 자폐스펙트럼장애 관련 신경다양성 연구 동향을 분석함으로써 향후 국내 신경다양성 관련 활발한 연구 수행을 위한 기초 자료를 제공하기 위하여 이루어졌다. 이를 위해 1999년부터 현재까지 국내·외에 발표된 자폐스펙트럼장애 관련 신경다양성을 연구한 논문을 수집하였다. 수집한 자료는 국가별, 학술지별 동향을 분석하고 Textom과 UCINET을 활용하여 키워드 네트워크 분석과 군집 분석을 실시하였다. 이 연구의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2006년부터 2022년까지 총 70편의 연구가 이루어졌으며, 영국, 미국, 한국 등의 순으로 연구가 수행된 것으로 확인되었다. 둘째, 자폐스펙트럼장애와 관련된 신경다양성을 연구한 논문은 사회과학 분야의 학술지에 가장 많이 게재(43.8%)되었으며, 의약학 분야, 인문학 분야, 교육학 분야 등 다양한 분야에서 발표되고 있었다. 셋째, 키워드 출현 빈도, TF-IDF, 동시 출현 빈도, 중심성 분석을 통해 키워드 네트워크 분석 및 시각화 하였다. 넷째, 키워드 군집 분석에서는 8개의 군집이 나타났고 이를 시각화 하였다. 이러한 연구 결과를 토대로 향후 연구수행의 방향에 대해 논의 및 제언하였다.


This study was conducted to provide basic data for active research on domestic and international neurodiversity by analyzing domestic and foreign research trends related to autism spectrum disorder. For this purpose, papers on neurodiversity related to autism spectrum disorder published domestically and internationally from 1999 to present were collected. The collected data was analyzed by country and journal, and keyword network analysis and cluster analysis were performed using Textom and UCINET. The result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First, a total of 70 studies were conducted from 2006 to 2022, and it was confirmed that studies were conducted in the UK, USA, and Korea in that order. Second, papers on neurodiversity related to autism spectrum disorder were most frequently published (43.8%) in social science journals, and were published in various fields such as medicine, humanities, and education. Third, keyword network was analyzed and visualized through keyword appearance frequency, TF-IDF, simultaneous appearance frequency, and centrality analysis. Fourth, eight clusters appeared in the keyword cluster analysis and were visualized. Based on these research results, future research directions were discussed and suggested.

KCI등재

7가정폭력피해 여성의 외상후 스트레스, 불안, 우울 지수 변화에 수용 전념 치료(ACT) Matrix 기반 프로그램 효과

저자 : 류재형 ( Ryu Jae Hyeong ) , 고은 ( Ko Eun ) , 김정현 ( Kim Jeong Hyeon )

발행기관 :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 간행물 : 정서·행동장애연구 38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53-167 (1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의 목적은 수용전념치료 매트릭스(ACT Matrix) 기반 프로그램이 가정폭력피해여성의 외상후 스트레스, 불안, 우울의 변화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는지 알아보는 데에 있다. 연구대상은 전라남도 Y시에 위치한 가정폭력 피해 여성을 위한 쉼터에 입소한 여성 8명으로서 집단 치료 형식으로 이루어졌다. 중재는 2021년 11월부터 2021년 12월까지 매주 1회 실시하였으며, 사전-사후 검사를 제외한 총 7회기로 진행되었다. 연구 결과에 따르면, 가정폭력피해 여성의 경우 외상후 스트레스, 불안, 우울 영역 모두에서 중재 이후 유의한 변화가 관찰되었다. 한편, 개인별로 중재의 효과에 있어서 차이가 나타났는데 특히 외상후 스트레스 지수에서 2명, 불안 지수에서 1명의 참여자가 중재 이후 변화가 없었다. 이는 ACT Matrix가 가정폭력 피해 여성의 트라우마를 직접 통제하지 않고 지속적인 알아차림의 훈련을 하는 과정이라는 점을 고려할 때 짐작할 수 있는 부분이었다. 이러한 연구 결과는 부정적 정서의 상위 개념인 삶의 유연성을 측정할 수 있는 도구의 개발 및 매개변인 분석 등과 같은 ACT Matrix 프로그램의 지속적인 연구 방향을 제시해주는 결과라 할 수 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investigate the effects of an ACT matrix-based program on changes to the post traumatic stress, anxiety, and depression of female domestic violence victims. The subjects include eight women that entered a shelter for female domestic violence victims in Y City, Jeonnam Province. They received group therapy. A total of seven intervention sessions were provided with a session per week in November, 2021∼December, 2021 except for the pre- and post-test. The findings show that female victims of domestic violence had significant changes in all post-traumatic stress, anxiety, and depression index after the intervention. There were differences in the intervention effects among the individuals. Two participants showed no changes to their post-traumatic stress after the intervention, and one participant was the same case of anxiety. These findings are feasible, considering the ACT Matrix is a process of training for the female victims of domestic violence to have continuous awareness instead of controlling their trauma directly. These findings propose a direction of consistent research for the ACT Matrix program including the development of a tool to measure life flexibility, an upper concept of negative emotions, and the analysis of parameters.

KCI등재

8청소년의 사회적 역량과 학교폭력 피해경험의 관계에서 부모 지원의 조절효과

저자 : 임진형 ( Lim¸ Jin Hyung )

발행기관 :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 간행물 : 정서·행동장애연구 38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69-186 (1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사회적 역량과 학교폭력 피해경험의 관계에서 부모의 지원이 미치는 조절효과를 검증하였다. 이를 수행하기 위해 한국교육종단연구(KELS) 2013의 6차년도(2019년) 학생설문 데이터를 활용하여 국내 고등학교 1학년 6,258명의 사회적 역량, 학교폭력 피해경험, 그리고 부모 지원을 조사하였다. 그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부모 지원을 통제한 상태에서도 사회적 역량이 학교폭력 피해경험에 미치는 부적 영향은 통계적으로 유의하였다. 둘째, 부모의 정서적 지원이 사회적 역량 중 타인배려, 협력학습, 규칙준수가 학교폭력 피해경험에 미치는 영향을 조절한 반면, 부모의 학업적 지원은 이를 조절하지 못하였다. 자녀의 사회적 역량이 낮더라도 부모가 자녀에게 제공하는 정서적 지원이 높다면 학교폭력 피해의 가능성을 크게 낮추므로, 부모교육을 통해 자녀에 대한 정서적 지원의 향상을 도모해야 한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the moderating effect of parental support on relationship between social competences and school bullying victimization. The subjects of this study were 6,258 first-year high school students from the data for the sixth year of the Korean Educational Longitudinal Study (KELS) 2013. The results of study are as follows. First, a negative influence of social competences on school bullying victimization was statistically significant after controlling parental support. Second, parental emotional support was turned out to moderate the relationship between social competences and school bullying victimizations, whereas parental academic support was not. As high levels of parental emotional support can lower the possibility of school bullying victimization despite low levels of social competences, it is imperative to provide parents with educational service to improve emotional support for their children.

KCI등재

9'아동복지시설 치료·재활지원 사업' 평가 및 개선방안

저자 : 하은혜 ( Ha Eun Hye ) , 김은영 ( Kim Eun Young )

발행기관 :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 간행물 : 정서·행동장애연구 38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87-211 (2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에서는 2012∼2020년 보건복지부와 한국아동복지협회가 시행한 『아동복지시설 아동 치료·재활지원 사업』의 전반적인 운영 현황, 아동복지시설 아동 및 종사자의 역량 강화를 위해 실시된 주요사업내용과 진행 과정 등을 분석하였다. 그 결과 사업 규모와 예산이 꾸준히 증가하여 10년간 총 사업비는 약 83억 원이었고, 사업 수혜 아동은 총 6,198명이었다. 신청 대비 대상자로 선정된 아동은 평균 70%로 치료서비스를 받지 못하는 아동도 매해 30% 정도 발생하였다. 대상 아동은 K-CBCL의 문제행동증후군 상위척도 T점수를 기준으로, 예산 범위를 고려하여 고득점자 순으로 선정하였다. 치료영역의 경우 미술치료 35.7%로 가장 많았고, 놀이치료 29.7%, 개인상담 16.7%, 기타 5.1% 순으로 나타났다. 1인 평균 회기는 20.6회기, 1인 평균비용은 1,067,838원으로 1회기 평균 비용은 53,392원이었다. 사업운영의 측면에서 매년 공개입찰과정을 통해 위탁하므로 실제 개입 기간은 6∼7개월 정도였고, 종사자들의 전문교육이나 상담프로그램에 참여 비율이 낮았으므로, 사업의 안정적 기간을 확보하고 종사자 교육과 주양육자 상담을 늘릴 방안도 강구되어야 한다. 이와 같이 본 연구에서는 아동복지시설 아동에 대한 치료·재활 사업의 타당성을 검토하였고, 향후 국가기관인 아동권리보장원에서 진행될 이 사업의 질적 향상을 도모할 방안에 대해 제언하였다.


This study analyzed the overall operation processes of the "Psychotherapy and Counseling Services for Children and Adolescents in Foster Care" conducted by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and the Korea Child Welfare Association from 2012 to 2020, and the main services and progress conducted to strengthen the capacity of children and workers. As a result, the project budget steadily increased, and the total project cost for 10 years was about KRW 8.3 billion, and a total of 6,198 children benefited from the project. The average number of children selected as subjects compared to the application was 70%, and about 30% of children did not receive treatment services every year. Included children were selected in the order of high scorers in consideration of the budget range based on K-CBCL's T score of broadband behavior problem scales. In the case of treatment, art therapy was the most common at 35.7%, followed by play therapy at 29.7%, personal counseling at 16.7%, and others at 5.1%. The average session per person was 20.6 sessions, and the average cost per person was 1,067,838, and the average cost per session was 53,392 KRW. In terms of operation process, the actual intervention period was about 6 to 7 months because it was entrusted through an open bidding process every year, and the participation rate of workers in professional education or parenting programs was low, so measures should be devised to secure a stable period of services and increase counseling for main caregivers. As such, this study reviewed the validity of the Psychotherapy and Counseling Services and suggested ways to improve the quality of this project, which will be carried out by the National Center for the Rights of the Child, a National Institute.

KCI등재

10청소년의 자기표현과 또래관계 증진을 위한 소집단미술치료 사례 연구

저자 : 박현아 ( Park Hyun A ) , 공마리아 ( Kong Maria )

발행기관 :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 간행물 : 정서·행동장애연구 38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213-239 (2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의 목적은 자기표현에 어려움이 있는 중학교 1학년을 대상으로 소집단미술치료가 자기표현과 또래관계 증진에 미치는 효과를 알아보고자 하였다. 연구 대상은 P시 D남자 중학교의 전문상담교사가 재학 중인 중학생 1학년들 가운데 자기표현이 부족하여 또래들과 잘 어울리지 못하고 어려움을 겪고 있어 이에 대한 심리적 중재가 필요하다고 판단한 중학생 1학년 학생 4명이다. 프로그램은 2021년 9월 15일부터 2021년 11월 24일까지 주 1∼2회 매 회기 60분씩, 총 12회기를 실시하였다. 본 연구의 효과 측정을 위해 사용한 연구 도구는 Rakos와 Schroeder(1980)의 자기표현 평정척도를 우리나라 문화적 배경에 맞게 재구성된 변창진과 김성회(1980)의 자기표현 척도를 사용하였으며, 학교생활화(KSD)를 프로그램 사전·사후·추후 검사에 사용하였다. 또한 자기표현의 변화를 측정하기 위해 행동관찰을 실시하였는데 이는 프로그램 실시 1주일 전에 2회 자유놀이 시간을 10분씩, 프로그램 실시 과정 중 행동변화는 프로그램 실시 전 자유놀이 10분간을 동영상촬영을 하였다. 행동유지를 관찰하기 위해서 프로그램 종료 2주 후에 1주일 동안 2회 자유놀이 10분간을 동영상촬영을 실시하였다. 본 연구 결과는 다음과 같다. 소집단미술치료가 청소년의 자기표현과 또래관계 향상에 긍정적인 효과를 미친다는 효과성을 입증하였으며, 청소년의 자기표현 및 또래관계 향상을 위한 실증적 자료로서 의미를 가진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investigate the effects of group art therapy on enhancement of self-expression and peer relationship improvement for first graders of middle school who had difficulty expressing themselves. Among the first graders of middle school who are attending D All-Male Middle School in P-si where a professional counselor, the subjects of this study were 4 first-year middle school students(7th graders) who were judged to need psychological intervention because did not get along well with their peers due to lack of self-expression. This study conducted a total of 12 sessions, 60 minutes each session once or twice a week from Sep 15, 2021 to Nov 24, 2021. The research tool used to measure the effectiveness of this study is the self-expression measure of Byun & Kim (1980), which reconstructed the self-expression rating scale of Schroeder(1979) to suit the cultural background of Korea, and used Kinetic School Drawing(KSD) for pre·post·future tests. Also, behavior observation was conducted to measure changes in self-expression, and in the process of implementing the program, two free-play sessions were held for 10 minutes each a week before the program started and filmed 10 minutes of free play before the program was implemented for behavior changes. In order to observe the maintenance of behavior, a video of free play was taken twice a week for 10 minutes 2 weeks after the program ended. The result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Therefore, the significance of this study is that it empirically verified that small group art therapy has a positive effect on enhancing self-expression and peer relationship of adolescents.

12
권호별 보기
같은 권호 다른 논문
| | | | 다운로드

KCI등재

1ADHD 아동·청소년의 비약물적 중재에 대한 고찰

저자 : 이상훈 ( Lee Sang Hoon )

발행기관 :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 간행물 : 정서·행동장애연구 38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44 (4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ADHD 아동·청소년을 위한 비약물적 중재의 지침과 필요성, 중재유형 그리고 최근 20년간 국내 학술지에 발표된 논문 301편을 분석하여 비약물적 중재연구의 동향과 중재유형별 특성을 고찰했고 그 결과는 다음과 같다. 국가별 지침에는 일차치료로 부모교육, 환경 수정 그리고 행동치료와 교실행동중재, 교육적 중재를 포함하는 근거기반의 비약물적 중재를 권고한다. 따라서 우리나라도 중재절차가 포함된 구체적인 지침과 교육적 중재 및 지원의 법적, 제도적 기반을 마련해야 한다. 비약물적 중재는 ADHD 증상, 기능적 손상, 중복장애, 이차증상 등의 치료를 위해 필수적이므로 다양한 중재방법들을 개발하고 효과성과 안전성 검증에 기반한 제도적 인증과 지원을 고려해야 한다. 국내 ADHD 아동·청소년의 비약물적 중재연구는 주로 ADHD 진단 아동을 대상으로 무작위대조군 설계법에 근거하여 미술 및 감각·운동 중재를 11∼20회기 실시하여 복합적 요인에 미치는 영향을 규명하고 있다. 본 연구에서 비약물적 중재연구에서 적용한 중재방법들을 9개 유형으로 분류하여 특성을 고찰했으나 가족과 교사들의 실제적인 이해와 선택을 돕기 위해서는 전문학술단체에서 중재방법의 안전성과 효과성에 대한 주기적 연구와 지침 개발 등의 역할을 적극 수행해야 한다.

KCI등재

2응용행동분석에서의 유지와 일반화의 관계 모델

저자 : 이승희 ( Lee Seung Hee )

발행기관 :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 간행물 : 정서·행동장애연구 38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45-62 (1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Journal of Applied Behavior Analysis'의 창간호에서 Baer, Wolf와 Risley(1968)는 응용행동분석의 7개 차원 중 하나로 일반성(generality)을 제시하면서 행동변화가 시간이 지나도 지속되거나(즉, 유지), 다양한 환경에서 나타나거나(즉, 자극일반화), 또는 다양한 관련행동으로 확산된다면(즉, 반응일반화) 그 행동변화는 일반성을 가지는 것으로 볼 수 있다고 하였다. 이후 유지와 일반화는 응용행동분석 분야에서 주요 관심사가 되어 왔다. 본 연구는 응용행동 분석에서의 유지와 일반화의 관계에 대한 모델을 제안하는 데 그 목적을 두었다. 이를 위해 먼저, 이승희(2021)의 연구를 근거로 일반화를 자극일반화와 반응일반화라는 두 가지 유형으로 분류하였는데 본 연구에서는 자극일반화와 '습득된 행동의 자극일반화'를 그리고 반응일반화와 '습득된 행동의 반응일반화'를 각각 상호교환적으로 사용하였다. 다음으로, 본 연구에서의 고찰을 근거로 유지를 '습득된 행동의 유지', '자극일반화된 행동의 유지', '반응일반화된 행동의 유지'라는 세 가지 종류로 분류하였다. 마지막으로, 이러한 일반화의 두 가지 유형과 유지의 세 가지 종류를 일반성의 5개 측면(습득된 행동의 자극일반화, 습득된 행동의 반응일반화, 습득된 행동의 유지, 자극일반화된 행동의 유지, 반응일반화된 행동의 유지)으로 설정하고 유지와 일반화의 관계 모델을 본 연구의 결론으로 제안하였다.

KCI등재

3자폐 범주성 장애인의 평생교육 정착을 위한 대학기반의 “특수창의융합” 해결 과제

저자 : 김영준 ( Kim Young Jun )

발행기관 :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 간행물 : 정서·행동장애연구 38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63-94 (3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자폐 범주성 장애인의 평생교육 정착을 위하여 대학기반의 차원에서 고려될 수 있는 특수창의융합적 해결 과제를 도출하는 데 목적이 있다. 연구 방법은 15명의 유관전공 분야의 교수들을 3개의 팀으로 구성하여 FGI를 실시하여 그 결과를 분석하는 것으로 구성되었다. FGI 분석 결과, 전체 4개의 상위 범주와 22개의 하위 범주가 도출되었다. 주요한 연구 결과로는 자폐 범주성 장애인의 평생교육 정착을 위한 대학기반의 리더십과 실천을 위해서는 대학 혁신 기반의 “특수창의융합”의 원리와 맥락이 요구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수창의융합”의 기능적 정의와 가치는 특수한 학습자인 자폐 범주성 장애인의 독립생활 지원을 위해 각 유관 분야(재활과학, 특수교육, 사회복지 등)가 창의적 성격과 맥락으로 융합되어야 한다는 원리와 기반으로써 제시되었다. 이상의 대학기반의 “특수창의융합”은 자폐 범주성 장애인의 평생교육 정착을 위해 수반되어야 할 조직, 교육과정, 전문인력의 자격과 관련된 실천 방안을 구체화할 수 있는 동기와 시발점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 결과를 통해, 대학 내 특수창의융합학과 신설, 유관 분야 간 융합 타당성에 기반한 평생교육 교육과정(교과교육, 비교과 활동), 유관 분야 간 융합을 통한 전문인력의 자격 양성 대상 및 전문교사형 자격 개발 등의 방향성을 결론지을 수 있었다.

KCI등재

4고등학교 특수학급 진로와 직업교육에 대한 특수교사의 인식과 개선방안 연구

저자 : 한경임 ( Han Kyung Im ) , 박미승 ( Park Mi Seoung )

발행기관 :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 간행물 : 정서·행동장애연구 38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95-115 (2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연구의 목적은 고등학교 특수학급 교사들의 진로와 직업교육 운영 실태를 분석하고, 진로와 직업교육에 대한 인식과 개선방안에 대한 요구를 알아보는 것이었다. 연구 참여자는 고등학교 특수학급에서 진로와 직업을 교육하는 특수교사 8명으로 교육경력 10년 이상, 특수 학급 운영 경력 3년 이상인 교사들로 목적표집 하였으며, 연구 진행은 반구조화 면담에 의한 포커스 그룹 면담을 통해 이루어졌다. 연구 결과 첫째, 고등학교 특수학급 진로와 직업교육의 실태를 볼 때, 특수교사들은 가능한 학생들에게 다양한 경험을 제공하는 데 중점을 두고, 바리스타, 제과제빵과 같은 특정 직업 관련 수업과 기능 중심의 전환교육, 직업 준비교육, 면접이나 취업과 관련된 내용을 교육하는 것으로 분석되었다. 둘째, 고등학교 특수학급의 진로와 직업교육에 대한 특수교사들의 인식을 분석한 결과, 특수교사들은 학생의 기술 성취와 취업 등 보람이 있기도 하나 학생과 학부모와의 소통과 현실 여건을 반영하지 못하는 현장실습제도 등에서 어려움을 가지고 있었다. 셋째, 고등학교 특수학급의 진로와 직업교육의 개선 방안에 대하여 특수교사들은 진로와 직업교육 거점학교 확대, 권역별 진로전담 교사 배치, 학교 공동교육과정 운영, 특수학급용 진로와 직업교육 운영 매뉴얼 개발 등을 제안하였다. 본 연구의 결과는 고등학교 특수학급의 진로와 직업교육 매뉴얼 개발과 현실적 제도 마련을 위해 기초적인 정보를 제공할 것이다.

KCI등재

5플립 러닝을 활용한 특수학급 체육 수업이 발달장애 고등학생의 건강 및 신체운동능력 변화에 미치는 효과

저자 : 하창완 ( Ha Chang Wan )

발행기관 :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 간행물 : 정서·행동장애연구 38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17-140 (2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기본적인 신체활동과 뉴스포츠 활동이 포함된 플립 러닝 기반의 특수학급 체육 수업이 발달장애 고등학생의 건강 및 신체 운동능력에 미치는 효과를 알아보고자 하였다. 이를 위해 고등학교 특수학급 발달장애 학생 10명(실험집단 5명, 통제집단 5명)을 선정, 12주간 총 30회기에 걸쳐 체계적인 수업과 중재를 실시하였다. 검증 내용으로는 수정된 PAPS-D 검사를 통해 건강 및 신체 운동 능력을 측정하였다. 연구 결과의 분석은 사전-사후 검사 평균 점수를 활용하여 집단, 개인별 변화양상과 함께 공분산분석(ANCOVA) 검정을 실시, 결과를 분석하였다. 연구 결과 플립러닝 기반의 특수학급 체육 프로그램은 고등부 특수학급 발달장애 학생들의 건강 및 신체운동능력 향상에 긍정적인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내용을 토대로 플립러닝 기반의 특수학급 체육활동과 발달 장애학생들의 건강, 신체운동 능력의 긍정적 변화에 대한 논의점과 제언을 제시하였다.

KCI등재

6발달장애 형제를 둔 비장애 중·고등학생이 지각하는 사회적 지지가 정서표현양가성에 미치는 영향: 자아탄력성의 매개 효과

저자 : 박세희 ( Park Se Hee ) , 한유진 ( Han Yu Jin )

발행기관 :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 간행물 : 정서·행동장애연구 38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41-163 (2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에서는 발달장애 형제를 둔 비장애 중·고등학생이 지각하는 사회적 지지와 자아탄력성이 정서표현양가성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고, 사회적 지지와 정서표현양가성 간의 관계에서 자아탄력성의 매개효과를 확인하고자 하였다. 이를 위해 본 연구는 서울, 경기 및 인천, 기타(충청, 전라, 경상, 부산, 대구, 대전, 광주)에 거주하는 발달장애 형제를 둔 만 13∼18세 비장애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온라인 설문지를 배포 및 실시하였다. 회귀분석을 통하여 매개효과를 검증한 결과 첫째, 발달장애 형제를 둔 비장애 중·고등학생이 지각하는 사회적지지, 자아탄력성, 정서표현양가성 간의 유의한 상관이 나타났다. 둘째, 발달장애 형제를 둔 비장애 중·고등학생이 지각하는 사회적 지지, 자아탄력성이 정서표현양가성에 미치는 상대적 영향력을 살펴본 결과 자아탄력성, 사회적 지지 순으로 설명되었다. 셋째, 발달장애 형제를 둔 비장애 중·고등학생의 자아탄력성은 사회적 지지와 정서표현양가성 간의 관계를 부분 매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연구 결과는 발달장애 형제를 둔 비장애 중·고등학생의 심리적·정서적·사회적 어려움과 내적·외적 보호 요인에 대한 통합적인 이해를 도와 후속 연구의 경험적 기초 자료로 활용될 수 있을 뿐 아니라, 장애 형제를 둔 비장애 형제의 보다 적응적인 성장을 도모하기 위한 치료적 개입에 있어 시사점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KCI등재

7무자녀 중년여성의 삶에 대한 내러티브 탐구

저자 : 이소명 ( Lee So Myeong ) , 김미옥 ( Kim Mi Ok )

발행기관 :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 간행물 : 정서·행동장애연구 38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65-192 (2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의 목적은 무자녀 중년여성의 삶의 경험을 살펴보고 그 경험의 의미를 이해하는데 있다. 이에 참여자의 경험을 시간성, 사회성, 장소의 3차원적 내러티브 탐구 공간 안에서 살펴 보았다. 이에 연구 방법은 Clandinin과 Connelly가 제시한 내러티브 탐구방법의 절차를 따라 진행하였다. 연구대상은 결혼기간 10년 이상, 40세 이상 59세 이하의 무자녀 중년여성 3명으로 이들은 모두 자발적으로 심층면담에 참여하였다. 연구 결과 무자녀 중년여성들은 자녀 없음으로 인한 삶의 갈등 속에서 자기이해와 자기성찰, 자기성장의 과정을 통해 '있는 그대로 가치 있는 존재'로 자신을 재탄생시키며 지속적으로 스스로를 성장시켜 나아가고 있었다. 연구 참여자들이 도출한 무자녀 중년여성의 삶의 의미는 '소외된 삶 속에서 미운 아기오리의 갈등', '갈등 속에서도 성장함', '백조로 거듭남'으로 공통된 주제를 안데르센의 동화 미운 아기오리에 비유하여 해석하였다. 본 연구는 무자녀 중년여성에 대한 내러티브 형성과 사회적 이해도를 높이는 데 의의가 있다.

KCI등재

8통합교육을 받는 장애 학생 부모의 경험에 근거한 교사와의 관계: 좋음과 싫음을 중심으로

저자 : 김정현 ( Kim Jeong Hyeon ) , 고은 ( Ko Eun )

발행기관 :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 간행물 : 정서·행동장애연구 38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93-216 (2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현재 일반 학교에서 통합교육을 받는 장애 학생의 부모가 경험한 교사와의 관계를 다룬다. -좋음과 싫음을 중심으로-의 부제는 '옳음과 틀림'으로 해석되는 것을 배제하기 위해서이다. 연구 수행을 위해 장애 학생의 어머니 9명을 눈덩이 표집 방법으로 선정하였으며 심층 면담을 통해 자료를 수집하고 Giorgi의 현상학적 연구 방법에 따라 자료를 분석하였다. 연구 결과는 크게 통합학급 교사와 특수교사로 구분하여 살펴보았으며, 통합학급 교사에게서 나타난 의미유형은 '배려할 려(慮)'와 '거부하는 벽간(壁間)'으로, 특수교사에게서 나타난 의미 유형은 '느낄 감(感)'과 '생각의 간극(間隙)'으로 구분하였다. 본 연구에서는 다음과 같은 시사점이 도출되었다. 장애 학생의 부모는 통합학급 교사와 특수교사와의 관계에서 다른 기대 욕구와 기대 수준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통합학급 교사에게는 자녀가 또래 친구들로 부터 소외되지 않도록 배려해주고, 이것이 교사의 중요한 역할이라고 인식하는 반면에 특수교사에게는 여러 측면에서 더 적극적인 역할을 기대하고 있었다. 또한 통합학급 교사에게는 자녀가 거부당하는 느낌에서 생겨나는 갈등을 주로 경험한다면, 특수교사에게는 특정 상황이나 문제에 접근하는 생각과 방법이 서로 다름으로 인한 갈등을 경험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통합 교육 현장에서 부모가 교사와의 신뢰와 갈등을 어떻게 경험하는지를 살펴본 본 연구 결과가 앞으로의 교사-부모 간의 소통과 협력의 초석이 되고자 한다.

KCI등재

9전문가 경험 분석을 통한 발달장애인 보건복지 서비스 전달체계 개선방안 연구

저자 : 배영현 ( Bae Young-hyeon ) , 박규훈 ( Park Gyu Hoon ) , 이상민 ( Lee Sang Min ) , 김민선 ( Kim Min Seon ) , 박경호 ( Park Kyung Ho ) , 이지인 ( Lee Ji In )

발행기관 :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 간행물 : 정서·행동장애연구 38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217-230 (1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전문가 경험 분석을 통해 발달장애인 보건복지 서비스 전달체계 개선방안을 도출하고자 한다. 이를 위해 발달장애인 관련 보건복지 전문가 5명에게 구조화된 질문을 이용하여 개별 면담을 시행하였다. 면담 결과, 발달장애인 보건의료 관점에서 서비스의 문제점과 보건복지 서비스 전달체계의 개선 요구사항 2개 영역 및 10개 범주로 분석되었다. 2개 영역과 10개의 범주 내용을 고려하여, 현재 발달장애인 보건의료 서비스가 가진 문제들에 대응해 나갈 수 있는 단순하고, 통합적인 구조로 나아가기 위하여 중앙발달장애인보건센터(“가칭”)를 신설하고 발달장애인 보건의료 서비스 확대와 기존 복지서비스 업무체계와의 통합ㆍ연계되는 보건복지 서비스 전달체계를 개선방안을 제시하였다. 본 연구의 결과를 통해 향후 통합ㆍ연계되는 발달장애인 보건복지 서비스 기관 구축 및 서비스 전달체계 모형개발이 지속해서 요구되고 있다.

KCI등재

10여성장애인의 취업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 1인 가구와 다인 가구 비교

저자 : 정성희 ( Jung Sung Hee ) , 정희영 ( Jung Hee Young ) , 이성규 ( Lee Sung Kyu )

발행기관 :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 간행물 : 정서·행동장애연구 38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231-253 (2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의 목적은 여성장애인의 취업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과 가구 유형에 따른 영향의 차이를 알아보는 데 있다. 이를 위하여 장애인고용 패널조사 2차 웨이브 5차년도 조사에 참여한 여성장애인 1,314명(취업: 482명, 미취업: 832명)의 자료를 분석하였다. 분석방법으로 STATA 16을 활용하여 기술분석, 카이제곱, 다중 로지스틱 회귀분석 등을 실시하였다. 다중로지스틱 회귀분석은 1인 가구와 다인 가구 집단을 구분하여 취업에 미치는 영향요인을 각각 분석하였다. 본 연구의 주요 결과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1인 가구 여성장애인은 전반적 건강상태가 좋을수록, 사회활동 참여도가 높을수록, 기초생활보장 수급을 하고 있을수록 취업상태에 있을 확률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다인 가구 여성장애인은 장애수용 수준이 높을수록, 전반적 건강상태가 좋을수록, 기초생활보장 수급 상태에 있을수록 취업상태에 있을 확률이 높았다. 분석 결과를 바탕으로 여성장애인의 취업을 위한 정책적 논의를 하였다.

12
발행기관 최신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발행기관 최신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