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문 상세보기

K·기업경영연구원> Cogent K 기업인> ㈜영광YKMC와 장관섭 대표의 기업가정신

㈜영광YKMC와 장관섭 대표의 기업가정신

Youngkwang YKMC Co., Ltd. and Entrepreneurship of CEO Kwan-Seop JANG

장석인 ( Sug-in Chang )
  • : K·기업경영연구원
  • : Cogent K 기업인 1권1호
  • : 연속간행물
  • : 2022년 03월
  • : 1-48(48pages)
Cogent K 기업인

DOI

10.51858/CKE.2022.03.1.1


목차

Ⅰ. 머리말
Ⅱ. 우리나라 표면처리산업의 전망과 특성
Ⅲ. ㈜영광YKMC의 인재상
Ⅳ. ㈜영광YKMC의 기업전략
Ⅴ. ㈜영광YKMC의 경영이념과 경영원칙
Ⅵ. 장관섭 대표의 기업가 정신
Ⅶ. 결론
참고문헌

키워드 보기


초록 보기

1989년 부천에서 ‘영광금속‘으로 시작해 2009년 아산에 ㈜영광YKMC이라는 이름으로 또 하나의 둥지를 튼 이유는 글로벌기업으로 더 큰 성장을 위한 시작이라 하겠다. 1976년 금오공고 금속공학과에 재학할 당시 표면처리 과목에 흥미를 느낀 장관섭 대표는 이 분야의 기술을 연마해 사업을 다짐한 이후, 40년의 세월을 거쳐 연구개발에 매진한 결과, 표면처리분야에 새로운 혁신을 불러일으킬 ‘아노다이징’ 기술을 개발하는 데 성공하였다.
노다이징 외에도 반도체 및 디스플레이 챔버 같은 설비를 완성품 형태로 생산하는 시스템을 갖춘 ㈜영광YKMC은 국내하청만으로는 미래가 없고 국내시장만으로는 부족하다고 판단해 해외 기업을 상대로 한 경영전략을 추진하였다.
특히 2020년 글로벌 환경의 불경기 속에 약 200억원을 투자해 아산 제2공장을 준공한 금속가공·표면처리 전문업체 ㈜영광YKMC가 충남 아산에 연암캠퍼스(제2공장)를 증설한 이후 뿌리산업 업체 중 드물게 스마트 팩토리 도입 등 작업환경과 근로조건 개선에 나서 다시 한번 주목받고 있다.
The reason why it started as ‘Youngkwang Metal’ in Bucheon in 1989 and established another nest in Asan in 2009 under the name of Yeonggwang YKMC is the beginning for greater growth as a global company. In 1977, while attending the Department of Metallurgical Engineering at Geumoh Engineering High School, CEO Chang-seop Jang, who was interested in the subject of surface treatment, honed his skills in this field and decided to start a business. As a result of focusing on R&D after 40 years, we succeeded in developing an ‘anodizing’ technology that will bring new innovation to the surface treatment field.
Youngkwang YKMC Co., Ltd., which is growing from a company specializing in surface treatment to a one-stop production company from processing to assembly, is also a company that believes that the growth of its employees is the company's capability and future value. In addition to anodizing, Yeonggwang YKMC, equipped with a system that produces finished products such as semiconductors and display chambers, decided that domestic subcontracting alone would not have a future and the domestic market alone was insufficient, so it pursued a business strategy for overseas companies. This strategy was just right for overseas companies that demand a higher level of quality than price.
In particular, Youngwang YKMC, a company specializing in metal processing and surface treatment, which completed the construction of the 2nd Asan Factory by investing about 20 billion KRW in 2020, expanded the Yeonam Campus (2nd Factory) in Asan, Chungcheongnam-do.
Yeonggwang YKMC, which has been focusing on metal surface treatment and semiconductor and display manufacturing equipment production through the first plant, plans to focus on the aircraft surface treatment business through the second plant to reduce dependence on specific industries. To this end, Yeonggwang YKMC, which has added specialized business areas such as obtaining the National Aerospace & Defence Contractor Accreditation Program(NADCAP), is expanding its scope of activities to the medical device surface treatment business.

UCI(KEPA)

간행물정보

  • : 사회과학분야  > 경영학
  • :
  • :
  • : 연간
  • : 2800-0234
  • : 2800-0404
  • : 학술지
  • : 연속간행물
  • : 2022-2022
  • : 1


저작권 안내

한국학술정보㈜의 모든 학술 자료는 각 학회 및 기관과 저작권 계약을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이에 본 자료를 상업적 이용, 무단 배포 등 불법적으로 이용할 시에는 저작권법 및 관계법령에 따른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1권1호(2022년 03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1㈜영광YKMC와 장관섭 대표의 기업가정신

저자 : 장석인 ( Sug-in Chang )

발행기관 : K·기업경영연구원 간행물 : Cogent K 기업인 1권 1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48 (4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1989년 부천에서 '영광금속'으로 시작해 2009년 아산에 ㈜영광YKMC이라는 이름으로 또 하나의 둥지를 튼 이유는 글로벌기업으로 더 큰 성장을 위한 시작이라 하겠다. 1976년 금오공고 금속공학과에 재학할 당시 표면처리 과목에 흥미를 느낀 장관섭 대표는 이 분야의 기술을 연마해 사업을 다짐한 이후, 40년의 세월을 거쳐 연구개발에 매진한 결과, 표면처리분야에 새로운 혁신을 불러일으킬 '아노다이징' 기술을 개발하는 데 성공하였다.
노다이징 외에도 반도체 및 디스플레이 챔버 같은 설비를 완성품 형태로 생산하는 시스템을 갖춘 ㈜영광YKMC은 국내하청만으로는 미래가 없고 국내시장만으로는 부족하다고 판단해 해외 기업을 상대로 한 경영전략을 추진하였다.
특히 2020년 글로벌 환경의 불경기 속에 약 200억원을 투자해 아산 제2공장을 준공한 금속가공·표면처리 전문업체 ㈜영광YKMC가 충남 아산에 연암캠퍼스(제2공장)를 증설한 이후 뿌리산업 업체 중 드물게 스마트 팩토리 도입 등 작업환경과 근로조건 개선에 나서 다시 한번 주목받고 있다.


The reason why it started as 'Youngkwang Metal' in Bucheon in 1989 and established another nest in Asan in 2009 under the name of Yeonggwang YKMC is the beginning for greater growth as a global company. In 1977, while attending the Department of Metallurgical Engineering at Geumoh Engineering High School, CEO Chang-seop Jang, who was interested in the subject of surface treatment, honed his skills in this field and decided to start a business. As a result of focusing on R&D after 40 years, we succeeded in developing an 'anodizing' technology that will bring new innovation to the surface treatment field.
Youngkwang YKMC Co., Ltd., which is growing from a company specializing in surface treatment to a one-stop production company from processing to assembly, is also a company that believes that the growth of its employees is the company's capability and future value. In addition to anodizing, Yeonggwang YKMC, equipped with a system that produces finished products such as semiconductors and display chambers, decided that domestic subcontracting alone would not have a future and the domestic market alone was insufficient, so it pursued a business strategy for overseas companies. This strategy was just right for overseas companies that demand a higher level of quality than price.
In particular, Youngwang YKMC, a company specializing in metal processing and surface treatment, which completed the construction of the 2nd Asan Factory by investing about 20 billion KRW in 2020, expanded the Yeonam Campus (2nd Factory) in Asan, Chungcheongnam-do.
Yeonggwang YKMC, which has been focusing on metal surface treatment and semiconductor and display manufacturing equipment production through the first plant, plans to focus on the aircraft surface treatment business through the second plant to reduce dependence on specific industries. To this end, Yeonggwang YKMC, which has added specialized business areas such as obtaining the National Aerospace & Defence Contractor Accreditation Program(NADCAP), is expanding its scope of activities to the medical device surface treatment business.

1
권호별 보기
같은 권호 다른 논문
| | | | 다운로드

1㈜영광YKMC와 장관섭 대표의 기업가정신

저자 : 장석인 ( Sug-in Chang )

발행기관 : K·기업경영연구원 간행물 : Cogent K 기업인 1권 1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48 (4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1989년 부천에서 '영광금속'으로 시작해 2009년 아산에 ㈜영광YKMC이라는 이름으로 또 하나의 둥지를 튼 이유는 글로벌기업으로 더 큰 성장을 위한 시작이라 하겠다. 1976년 금오공고 금속공학과에 재학할 당시 표면처리 과목에 흥미를 느낀 장관섭 대표는 이 분야의 기술을 연마해 사업을 다짐한 이후, 40년의 세월을 거쳐 연구개발에 매진한 결과, 표면처리분야에 새로운 혁신을 불러일으킬 '아노다이징' 기술을 개발하는 데 성공하였다.
노다이징 외에도 반도체 및 디스플레이 챔버 같은 설비를 완성품 형태로 생산하는 시스템을 갖춘 ㈜영광YKMC은 국내하청만으로는 미래가 없고 국내시장만으로는 부족하다고 판단해 해외 기업을 상대로 한 경영전략을 추진하였다.
특히 2020년 글로벌 환경의 불경기 속에 약 200억원을 투자해 아산 제2공장을 준공한 금속가공·표면처리 전문업체 ㈜영광YKMC가 충남 아산에 연암캠퍼스(제2공장)를 증설한 이후 뿌리산업 업체 중 드물게 스마트 팩토리 도입 등 작업환경과 근로조건 개선에 나서 다시 한번 주목받고 있다.

1
발행기관 최신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발행기관 최신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