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문 상세보기

한국일어교육학회> 일본어교육연구> 불만표명행위의 반응에 대한 한중일 대조연구 ― 부담도의 차이를 중심으로 ―

KCI등재

불만표명행위의 반응에 대한 한중일 대조연구 ― 부담도의 차이를 중심으로 ―

A Comparative Study on the Response of Complaint Expression Acts in Korea, China and Japan : Focusing on the Difference in the Degree of Imposition

鄭賢兒 ( Jung Hyun-aa )
  • : 한국일어교육학회
  • : 일본어교육연구 58권0호
  • : 연속간행물
  • : 2022년 02월
  • : 125-143(19pages)
일본어교육연구

DOI

10.21808/KJJE.58.08


목차

1. 들어가며
2. 선행연구
3. 연구 및 분석방법
4. 결과 및 고찰
5. 나가며
참고문헌

키워드 보기


초록 보기

본 연구는 불만제공자의 언어전략의 특징을 한중일 대조연구의 관점에서 분석·고찰하였다.
먼저 부담도가 낮은 상황에서 한국남녀는 이유설명, 사죄표명, 달래기, 감정표출, 자기변호, 책임인정을 다용하였고 남성은 여성에 비해 이유설명을, 여성은 남성에 비해 자기변호를 많이 사용하였다. 일본남녀가 다용하는 언어전략은 사죄표명, 이유설명, 책임인정, 자기변호, 달래기였고, 사죄표명은 여성이 압도적으로 많이 사용하는 반면에 감정표출은 남성이 다용하는 특징을 보였다. 중국남녀가 다용하는 언어전략은 이유설명, 책임회피, 달래기, 감정표출이었고, 이유설명은 남성이, 자기변호는 여성이 다용하는 특징을 보였다.
다음으로 부담도가 높은 상황에서 한국남녀가 다용하는 언어전략은 사죄표명, 달래기, 이유설명, 감정표출이었고, 남성은 여성에 비해 달래기와 감정표출을, 여성은 남성에 비해 자기변호를 특히 많이 사용하고 있었다. 일본남녀가 다용하는 언어전략은 사죄표명, 이유설명이었고, 책임회피는 남성이 압도적으로 많이 사용하는 반면에 달래기는 여성이 압도적으로 다용하는 특징을 보였다. 중국남녀가 다용하는 언어전략은 이유설명, 책임회피, 달래기, 감정표출이었고, 남녀가 유사한 언어전략을 구사하고 있었다.
The study analyzes and considers features of dissatisfaction providers’ language strategies appearing immediately after utterance acts of dissatisfaction expressers as a comparative study of cases in Korea, China, and Japan.
First of all, in the situation where the level of burden is low, men and women in Korea have frequently used explanation for reasons, expression for apologies, soothing, releasing emotions, self-defense and acknowledging responsibilities; especially, men have used explanation for reasons more than women, and women self-defense more than men. In Japan, language strategies frequently used by men and women have been expressions for apologies, explanation for reasons, acknowledging responsibilities, self-defense and soothing; it has shown a feature that expressions for apologies are used overwhelmingly by women and emotional expressions are used often by men. In China, language strategies frequently used by men and women are explanation for reasons, avoidance for responsibilities, soothing and releasing emotions; it has shown a feature that explanation for reasons is used often by men and self-defense often by women.
Next, in the situation where the level of burden is high, frequently used language strategies by men and women in Korea have been expressions for apologies, soothing, explanation for reasons and releasing emotions; especially, men have used soothing and releasing emotions more often than women, and women self-defense than men. In Japan, language strategies frequently used by men and women have been expressions for apologies and explanation for reasons; it has shown a feature that avoidance for responsibilities is often used overwhelmingly by men but soothing often used overwhelmingly by women. In China, language strategies frequenlty used by men and women have been explanations for reasons, avoidance for responsibilities, soothing and releasing emotions; men and women have used similar language strategies each other.

UCI(KEPA)

간행물정보

  • : 어문학분야  > 일어일문학
  • : KCI등재
  • :
  • : 계간
  • : 1598-4311
  • :
  • : 학술지
  • : 연속간행물
  • : 2001-2022
  • : 724


저작권 안내

한국학술정보㈜의 모든 학술 자료는 각 학회 및 기관과 저작권 계약을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이에 본 자료를 상업적 이용, 무단 배포 등 불법적으로 이용할 시에는 저작권법 및 관계법령에 따른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59권0호(2022년 05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표지

저자 : 한국일어교육학회

발행기관 : 한국일어교육학회 간행물 : 일본어교육연구 59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1 (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키워드 보기
초록보기

KCI등재

2SAMRモデルからコロナ禍の授業のオンライン化を考える ― 複雑化する教室と教師にとっての21世紀スキルとは ―

저자 : 藤本かおる ( Fujimoto Kaoru )

발행기관 : 한국일어교육학회 간행물 : 일본어교육연구 59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7-24 (1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키워드 보기
초록보기

KCI등재

3台湾における日本語教育の〈不易流行〉 ― 日本語学科の教育目標とオンライン教育の一端 ―

저자 : 楊錦昌 ( Yang Chin-Chang )

발행기관 : 한국일어교육학회 간행물 : 일본어교육연구 59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27-39 (1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台湾の高等教育は、2002年の大学統一入試の廃止、2010年の核心的な能力の要請、2016年のグローバル人材育成の提示、2019年の「108年課程綱要」の導入の各過程を経て教育改革が進められて来た。また、2021年5月から10月までの間、新型コロナウイルスの感染拡大の影響でおよそ4ヶ月半にわたってオンライン授業が行われた。当初、全面的にオンライン授業を実施することが求められた時、教師も学生も直ちに対応することが困難であった。このように時代が変化し、時代のそれぞれの時期に応じて、それに見合った社会的要請も絶えず変化する環境では、日本語教育の現場において、各時代や時期に応じて、それに見合った能力、または養成すべき不変的な能力は何かという課題について再考が求められている。そこで、日本近世文学の〈不易流行〉という概念を、台湾における日本語教育に当てはめ、台湾における日本語教育の〈不易流行〉について考察を試みた。
具体的には、まず台湾における日本語教育機関を概観し、次に、台湾において日本語教育を代表する最も伝統のある「日本語文學系」の教育目標や養成すべき核心的な能力、そしてコロナ禍に応じたオンライン教育の一端を例としてあげながら、それに分析を加えた。こうして、台湾における日本語教育の現状を見据え、今後の在り方を提示することによって、台湾における日本語教育現場の教育目標、養成すべき核心的な能力、カリキュラムが再検討されるべき課題であることを明らかにした。
また、絶えず流動する未来に着実に対応できるリベラルアーツ教育が日本語教育の現場において欠かせないものであるという観点も併せて提示した。


Taiwan's higher education system has been undergoing reforms since the abolition of the standardized university entrance exam in 2002, the demand for core competencies in 2010, the presentation of global human resource development in 2016, and the introduction of the Master Framework for the 12-year Basic Education Curriculum Guidelines in 2019. In addition, from May to October 2021, online classes were held for about four and a half months due to the novel coronavirus outbreak. It was difficult for teachers and students to respond to online classes fully. When time changes and social demands are constantly change, Japanese language education needs to reconsider which skills are appropriate for each time period and should be cultivated. In this paper, I attempted to apply the concept of the "不易流 行(Fuekiryukou, immutability)" of Pre-Modern Japanese Literature to Japanese language education in Taiwan.
This paper first gives an overview of Japanese language education institutions in Taiwan, followed by an analysis of the educational goals and core competencies that should be cultivated in the most traditional Department of Japanese Language and Culture which represents Japanese language education in Taiwan. In addition, this paper provides examples of online education in respond to the COVID-19 pandemic. Current status of Japanese language education in Taiwan is analyzed. And this study suggests what future perspective should be. The analysis suggests that the educational goals, core competencies to be cultivated, and curriculum of Japanese language education in Taiwan need to be reexamined.
In addition, the paper presents the viewpoint of a liberal arts education that can respond to constant flux which is essential in the field of Japanese language education.

KCI등재

4オンライン授業とオフライン授業の等質性に関する検証 ― 「基礎日語」の授業を例として ―

저자 : 毋育新 ( Wu Yu-Xin )

발행기관 : 한국일어교육학회 간행물 : 일본어교육연구 59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41-48 (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키워드 보기
초록보기

KCI등재

5台湾における「日本文化」の教学実践 ― 学習成果をいかに向上させるか ―

저자 : 黄翠娥 ( Huang , Tsui-O

발행기관 : 한국일어교육학회 간행물 : 일본어교육연구 59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51-63 (1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学習者の学習成果の向上及び評価は、もともと教育の中心的な課題であるが、近年、高等教育においては、さらに人的、財政的資源の投入によって、さらなる追求が求められている教育目標でもある。 学習効果の向上に対応するべく評価内容は具体的にはどうなるのであろうか。それは専門知識の習得以外に、学習スキルとしての読解力、聴解力、文章表現力、口述表現力に加えて、これからは批判的思考力が要求される。さらに企業が求める大学卒業生の「仕事の倫理·態度·技能」力を満たすために、「社会的適応力」(自己管理、問題分析·解決能力、チームワーク精神、コミュニケーション能力、創造力などの中核的条件)の強化も挙げられる。
本論文は、以上の問題意識に基づき、ブルームの認知的領域の6つの教育目標、ヴィゴツキーの社会的認知発達理論の中の足場かけ(scaffolding)理論と反転授業及び学習評価用としてのルーブリック評価(Rubrics)などの教学理論の導入を通して、学習者の学習成果の向上を図ろうとする方法の提案を目指すものである。
ある程度の成果を得たとはいえるが、改善したりしなければならない所も何点かある。その中で、特に学習者による社会的適応力についての評価では、創造力の方はもっとも低い評価であるため、創造力に対する客観的な評価方法などを探求すべきである。さらに、学習者の研究発表は国連の持続可能な開発目標(SDGs)と結びつけることも今後の努力の方向とする。


Improving and assessing the learning outcomes of learners has always been a central issue in education. And, in recent years, it is also an educational goal that needs to be further pursued in higher education by investing more human and financial resources. What exactly will be the content of evaluation in order to respond to the improvement of learning effectiveness? In addition to the acquisition of specialized knowledge, critical thinking skills will be required in addition to reading comprehension, listening comprehension, written expression, and oral expression as learning skills. Furthermore, in order to meet the work ethic, attitude, and skill capability of university graduates required by companies, the enhancement of 'social adaptability' (core requirements such as self-management, problem analysis and solving, teamwork spirit, communication skills, and creativity) is also mentioned.
Based on the above issues, this program aims to propose a method to improve learners' learning outcomes through the introduction of Bloom's six educational goals in the cognitive domain, Vygotsky's scaffolding theory in the theory of social cognitive development and teaching theories such as flipped classroom and rubrics for learning evaluation.
Although we can say that we have achieved some results, there are some points that need to be improved. In particular, the evaluation of learners' social adaptability is the lowest for creativity. An objective evaluation method for creativity will be explored. In addition, the presentation of the learners' research will be linked to the Sustainable Development Goals (SDGs) of the United Nations as a direction for future efforts.

KCI등재

6養成段階で日本語教員としての「態度」はいかに涵養できるか ― ケース·メソッド授業による実践の分析 ―

저자 : 鴈野恵 ( Karino Megumi )

발행기관 : 한국일어교육학회 간행물 : 일본어교육연구 59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67-84 (1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本稿は,日本語教員に必要な資質·能力の一つである「態度」の涵養をケース·メソッド授業により試みた実践の分析である。文化庁(2019)では,授業を行うための知識と技能とは別に,「学習者の言語·文化を尊重する」のような態度という概念が立てられ,7項目が示された。「態度」(attitude)とは体験を通じ体制化された準備状態で(Allport,1935),座学では得られない。そのため,インターンシップといった体験の場が有効と言えるだろうが,それを学生全員に提供することは困難である。そこで,本稿ではケース·メソッド授業により疑似体験の場を創り出し,対話を通した省察活動を行った。
ケース·ライティングは初任教師へのコンフリクト場面の聞き取り調査に基づき行った。授業は全6回で10名の参加学生が少人数対話を行った。また対話前後に省察文を課し,形式はALACTモデル(コルトハーヘン,2001/2010)を基盤とした。
事後アンケートによると,全員が複眼的視点を持つようになり,概ね上首尾であった。また,省察文の分析では,他の参加学生の言及から新たな視点を獲得する等,省察を深めたことが明らかになった。
課題は,参加学生の多様性が欠けた場合,新たな視点の提示の機会が少なく対話の限界が見られること,「本質的な諸相への気づき」の有無をどう線引きするかという点の議論の不足という2点である。 細部の修正の必要性は残されているものの,ケース·メソッド授業が「態度」涵養への一つの道筋となりうる可能性も示唆されていることから,今後も検討を継続する。


This study analyzes the practice of cultivating 'attitude', which is one of the qualities and abilities necessary for Japanese language teachers, through the case method class. In the Agency for Cultural Affairs (2019), the concept of attitude, such as 'respect for learners' language and culture', was established apart from the knowledge and skills for teaching, and seven items were presented. Attitude is a state of readiness that is regulated through experience (Allport, 1935) and cannot be acquired through classroom learning. This is why internships can be effective, but it is difficult to provide them to all students. Therefore, in this paper, the case method is used to create a place of simulated experience and reflective activities were conducted through dialogue.
The case writing was based on interviews with beginning teachers about conflict situations. The class consisted of six sessions of small group dialogue with ten participating students. The format of the class was based on the ALACT model (Korthagen, 2001/2010).
According to the post-lecture questionnaire, all students gained a multifaceted perspective, and were generally successful. The analysis of the reflective essays revealed that the students deepened their reflections by gaining new perspectives from the references of other participating students.
There are two challenges: the lack of diversity among the participants means that there are few opportunities to present new perspectives, which limits the dialogue; and there is a lack of discussion about how to draw a line between the presence and absence of 'awareness of essential aspects'. However, it is suggested that the case method class may be one of the ways to cultivate 'attitude'.

KCI등재

7ソーシャルネットワーキングアプローチ(SNA)によるCOIL型日韓異文化交流学習 ― Flat Stanleyバーチャル·ホームステイプログラム ―

저자 : 検校裕朗 ( Kenko Hiroaki ) , 長島倫子 ( Nagashima Noriko ) , 東本裕子 ( Tomoto Yuko )

발행기관 : 한국일어교육학회 간행물 : 일본어교육연구 59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85-104 (2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2019年末以降の新型コロナウイルス感染症の拡大により、外国語教育は避けられない困難に直面し、大きな変革を迫られた。韓国の大学で日本語学習者の多くは、パンデミック以前は旅行や留学、 ワーキングホリデーなどを通じて、実践的な日本語を直接身につけるさまざまな機会があったが、パンデミックによってそのような異文化に触れる場が突然失われ、学生のモチベーションをいかに維持するかという課題が浮き彫りになった。
そこで、筆者らは代替的な国際連携活動として、Flat Stanley Projectを採用し、2021年7月に韓国と日本の3大学の学生間でバーチャル·ホームステイを実施した。Flat Stanley Projectは、Jeff Brown氏の絵本に基づいた昔ながらのペンパル形式のコミュニケーション活動で、参加者の文化や日常生活、観光地、地元の食べ物などを紹介するプロジェクトであり、世界中の生徒やESL学習者に人気がある。
筆者らの研究のユニークな点は、Flat Stanley Projectから着想を得て、「Flat Stanleyバーチャル·ホームステイプログラム」と題したCOIL型日韓異文化交流学習を実施した点である。また、本プログラムの実施においてはソーシャルネットワーキングアプローチ(SNA)に基づいて設計した。自分たちでFlat Stanleyの紙人形を作り、ホストファミリーに郵送するのではなく、Zoomで相手と会い、相手のことを思い浮かべながらStanley人形を作った。また、本プログラムの実施後に行った参加学生のアンケートの回答を分析した結果、本プログラムは、学生の異文化理解を深め、学習対象言語(日本語と英語)を使う機会を提供し、また、Stanley人形が参加者のアバターとして存在することで、パートナーの学生間の絆を強めることができた。


Sudden loss of intercultural occasions due to the COVID-19 outbreak has highlighted the challenges of how to keep the motivation of the students who study foreign languages. As a possible internationally collaborative activity under the pandemic, the authors have adopted the Flat Stanley project and had their students enjoy a virtual homestay program between Korea and Japan in July, 2021.
The Flat Stanley project is known as a pen-pal style activity popular among younger students and ESL learners all over the world. It is based on the storybooks written by Jeff Brown, and the project requires interactive commitment such as introducing participants' culture, typical lifestyle, sightseeing spots, local foods and so on.
The uniqueness of this study lies in that it was inspired by the Flat Stanley Project and implemented a COIL (Collaborative Online International Learning)-type cross-cultural exchange study titled the "Flat Stanley Virtual Homestay Program". In addition, this program was designed based on the Social Networking Approach (SNA) and the authors have adopted its style while conducting the program. Instead of making their own Flat Stanley paper dolls and sending them by postal mail to their hosting partners, the students met their partners via Zoom and made Stanley dolls based on the images of their partners.
The results show this program deepened the students' intercultural understanding and offered opportunities of using the languages they are learning (Japanese and English), and also strengthened the bond between the partner students largely due to the existence of Stanley dolls as their own avatars.

KCI등재

8メール文に見られる用件の切り出し方の比較 ― タスクの種類および使用表現に注目して―

저자 : 金蘭美 ( Kim Ran-mi ) , 金庭久美子 ( Kaneniwa Kumiko ) , 金玄珠 ( Kim Hyon-ju )

발행기관 : 한국일어교육학회 간행물 : 일본어교육연구 59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05-117 (1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本稿では、用件の切り出しの有無は読みやすさという読み手配慮に直結するものと考え、メール文を対象にどのように用件を切り出しているかについて調べた。本研究では、韓国人日本語学習者(以下K)30名と日本語母語話者(以下J)30名を対象に10種類のタスクを与え収集した600件のデータを用いる。10種類のタスクは留学生が遭遇する場面と読み手を想定したものである。
タスクの種類および母語別に比較を行った結果、用件を切り出す際の表現や出現数に違いが見られた。まず、母語別の比較の結果、JのほうがKより用件の切り出しを使用する傾向があることが明らかになった。また、用件の切り出しが現れやすいタスクの共通点を調べた結果、①読み手との関係が「疎」の関係であること、②読み手への負担度が高いこと、③用件の詳細を述べる必要があること、④相手からの情報を前提とするメールである、ということが考えられた。これらの条件を基準にタスク別の用件の切り出しの使用有無を調べた結果、①~④のうち、3つ以上当てはまるタスクの場合は用件の切り出しが多いことがわかった。さらに、用件の切り出しの際に用いられる表現を調べた結果、両者が用いた表現は類似していたものの、Kには用件の切り出しの際に連用中止形の使用が全く見られなかった。また、敬語の誤りや丁寧度が低い話し言葉の使用が見られた。
以上の結果から、読み手との関係、負担度、詳細の必要性、前提情報の条件がそろえば用件の切り出しをする必要があり、用いられる表現としては、相手が「疎」の関係の場合は丁寧度に留意し、連用中止形を用いて述べるなど文体にも注意を払うように指導する必要があると思われる。


This article investigates the method of stating the purpose in emails, based on the understanding that whether the purpose is stated will be directly connected with the consideration for readers in terms of readability. Ten types of tasks have been given to 30 Korean learners of Japanese and 30 native Japanese speakers to collect and analyze 600 emails. The ten types of tasks reflect both the hypothetical situations that may be encountered by international students and the hypothetical recipients.
As a result of comparison by types of tasks and by the participants' native language, a difference has been observed in the method of stating the purpose and the number of items of the purpose that appeared. When compared by the participants' native language, native Japanese speakers have a strong tendency to state the purpose in the beginning part of the emails, compared to Korean learners of Japanese. In addition, the common conditions of the tasks for which the purpose is more likely to be stated are as follows: (i) the sender is not close to the reader; (ii) the reader has a significant burden; (iii) it is necessary to state the purpose in detail; and (iv) the email is based on the information obtained from the reader. The analysis of the expressions used to state the purpose demonstrates that both native Japanese speakers and Korean learners of Japanese use similar expressions. However, no renyo-chushi form has been found in the expressions used by Korean learners of Japanese to mention business, and some honorific errors and colloquial expressions with low formality have been observed.

KCI등재

9캐릭터 애니메이션을 활용한 한일 어휘교육 방안연구 ― 빅데이터 분석결과를 바탕으로 ―

저자 : 金惠娟 ( Kim Hye-youn )

발행기관 : 한국일어교육학회 간행물 : 일본어교육연구 59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19-132 (1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에서는 외국어 교육에 있어서, 어휘 교육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또, 어휘 교육에 있어서는 어휘뿐만 아니라 목표 언어의 문화도 함께 학습해야 한다는 입장에서, 효과적인 한일 어휘 교육 방법에 대해 생각해 보았다.
본 연구에서는 빅데이터를 활용하여 객관적인 어휘목록을 선정하며, 캐릭터 애니메이션을 제작하여, 이를 활용한 한국어와 일본어의 어휘 및 이문화교육의 구체적인 교육방안의 일례를 제시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구체적으로는 '문화요소추출시스템'과 '문화이미지프레임망'의 두 개의 시스템을 이용하여, 해당 어휘가 들어간 짧은 문장을 만들어, 이 문장을 캐릭터 애니메이션으로 제작했다. 또, 캐릭터 애니메이션을 활용하여 한일 어휘교육에 활용해 보고자 하였다.
캐릭터 애니메이션 제작 순서는 다음과 같다. 첫 번째 단계는 '문화요소추출시스템'을 활용하여, 해당 어휘와 연관성이 높은 어휘를 추출하여, 짧은 문장을 만든다. 두 번째는 '문화이미지프레임망'에서 해당 어휘의 이미지를 분석한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문장과 문장의 이미지가 반영된 움직이는 캐릭터 애니메이션을 제작한다.
또, 본 연구에서는 움직이는 캐릭터 애니메이션을 활용한 한일 어휘교육 방법의 일환으로써, '어휘 빈도 순위'와 '주제어 관련 어휘 빈도 순위'를 바탕으로 한 한일 어휘교육 방법의 일례를 제시하였다.


This study considered effective methods of Korean-Japanese vocabulary education with a focus on the importance of vocabulary in foreign language learning as the culture of a target language needs to be learned to build vocabulary.
This study utilizes big data to compile an objective list of vocabulary, produce character animation(s), and present a concrete way to learn Korean-Japanese vocabulary and culture related to languages.
Based on the cultural element mining system (CEMS) and cultural image frame network (CIFN), a short sentence containing a certain word was composed, and an animation based on the sentence was created. In addition, this study attempted to use character animation for Korean-Japanese vocabulary learning.
The procedure of making a character animation is as follows. First, using CEMS, words closely related to a certain word are extracted to compose a short sentence. Second, CIFN analyses the image of the word. Lastly, a moving character animation that reflects the image of the sentence is produced.
In addition, this study presented an instance of Korean-Japanese vocabulary education, based on word frequency and related word rankings, as a method of such learning through a moving character animation.

KCI등재

10外国人材向けの企業横断型ケース学習実践の意義と課題 ― 多様な背景の参加者間の対話による学び ―

저자 : 金孝卿 ( Kim Hyo-gyung )

발행기관 : 한국일어교육학회 간행물 : 일본어교육연구 59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33-147 (1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最近、日本では、日本社会の少子高齢化による人手不足を解消するために、外国人労働者の受け入れが進められている。それに伴い、外国人留学生の就職支援を始め、企業の受け入れ環境整備のための様々な支援が行われている。日本語教育においては、従来の狭い意味でのビジネス日本語教育から脱却し、日本語を使って仕事をするために必要な幅広いコミュニケーション能力を養成するための教育方法や産学連携による取り組み等が提案されるようになった。しかしながら、個別企業を越えた外国人材のコミュニティ形成を支援する取り組みはまだ少ない。
本研究は、日本企業で働く外国人材を対象とした企業横断型ケース学習の実践において、討論における参加者間のやりとりの内容に焦点を当て、当該実践の意義と課題を考察するものである。ケース学習における参加者の話し合いの文字化データを対象に、題材のケースについて、どのような観点から問題を捉え、問題解決の方策を見出すかという観点から分析を行った。分析の結果から、次のことを明らかにした。第一に、参加者は、構成員間のコミュニケーション上の期待や認識のズレ、職務に関する情報や仕事の進め方についての知識の不足を主な問題として捉えていた。第二に、問題解決の方策について、構成員の気持ちや情報のギャップの解消や、仕事の進め方の改善につながる具体的な行動を見出していた。最後に、企業横断型ケース学習実践の意義と課題について考察を述べた。


Recently, in Japan, the invitation of foreign workers has been promoted to solve the labor shortage caused by the declining birthrate and aging population in Japanese society. Along with this, various forms of support for improving the environment for accepting companies, including employment support for international students, have been provided. In Japanese language education, it is recommended to break away from the traditional Japanese language education in a narrow sense and propose educational approaches and industry-academia collaboration efforts to develop a wide range of communication skills necessary for working. However, there are still few approaches to the support needed in building a community of foreign workers beyond individual companies.
This study focuses on the content of exchanges between participants in discussions in the cross-company practice of case-based learning for foreign workers working in a Japanese company and considers the significance and challenges of the practices. I clarified from what perspectives the problem should be grasped and linked to problem-solving strategies for the case, targeting the transcription of the discussions of the participants. From the results of the analysis, the following was clarified. First, the participants identified the gaps in perceptions and expectations on communication among the members, the lack of knowledge about job, and how to proceed with the work as the main problem. Secondly, regarding problem-solving, they found concrete actions that would lead to the elimination of the gaps in the feelings and information of the members and the improvement of the way of working. Finally, in the discussion, I considered the significance and challenges of the cross-company practice of case-based learning.

12
권호별 보기
같은 권호 다른 논문
| | | | 다운로드

KCI등재

1표지

저자 : 한국일어교육학회

발행기관 : 한국일어교육학회 간행물 : 일본어교육연구 58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1 (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키워드 보기
초록보기

KCI등재

2문형을 활용한 일본어 작문 교육의 제안 ― 엔트리시트 작성을 중심으로 ―

저자 : 金兌姬 ( Kim Tae-hee )

발행기관 : 한국일어교육학회 간행물 : 일본어교육연구 58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5-18 (1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구체적이며 실용적으로 접근할 수 있는 일본어 엔트리시트 작성에 관한 교수법과 교재의 필요성에서 출발한다. 일본으로의 취업을 준비하는 일본어 학습자 (비전공자를 포함)를 위한 엔트리시트 작성에 관한 연구가 부족한 실정이다. 종래 학생들의 엔트리시트 작성 과정을 보면, 한일번역작업에 가깝다. 상급레벨의 어휘 및 문형으로 이루어진 한국어 자기소개서를 일본어로 옮기는 과정에서 글의 내용은 난해해지기 쉽고 완성도도 떨어진다. 교사 입장에서는 첨삭 과정의 수고와 시간이 상당히 소요된다. 기업은 취업준비생이 구직 시 제출하는 엔트리시트에 현란한 문장력이나 학술적인 논리력을 요구하지 않는다. 일본어 엔트리시트 작성에서 중요한 것은 지원하는 기업의 엔트리시트 구성에 맞춰서 간결 명료하게 성실한 내용으로 채워 쓰면 충분히 좋은 결과로 이어진다. 이에 본 연구자는 일본어 능력 JLPT N2~N3 레벨의 문형으로 작성할 수 있는 엔트리시트의 매뉴얼을 제안하고 자 한다. 학생들은 제시된 엔트리시트 매뉴얼에 맞춰서 자신의 경험이나 의견을 써 넣는 작업을 통해 글을 완성할 수 있다. 이런 일련의 작문 과정을 통해, 형식 없이 추상적인 내용을 나열하는 종래의 작문습관을 사전에 방지할 수 있고, 이로써 교사의 첨삭 작업 과정 또한 수월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나아가, 자신의 일본어 학습력을 바탕으로 작성된 「書きやすい」 엔트리시트는 면접 시 「話しやすい」 일본어로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다. 「書きやすい·話しやすい·読みやすい·分かりやすい」 엔트리시트 작성 교수법의 유익한 연구가 되기를 기대한다.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本研究の目的は、外国人材のビジネス·コミュニケーション·スキル向上のための実践と教材作成を目的として、インターンシップの面接場面における学習者の「聞き返し」の使用実態を分析、報告することである。本研究では2つの課題を設定した。1つ目の課題は、面接という公的場面における中級学習者と上級学習者の「聞き返し」と「聞き返し」連鎖の相違点を明らかにすることである。2つ目の課題は、中級学習者と上級学習者による「聞き返し」に対する日本語母語話者の印象評価を検討することである。具体的な方法としては、まず、中·上級日本語学習者4名を対象にインターンシップの面接場面のロールプレイとFUIを実施した。次に、会話データ分析の手法を用いて、それらの会話における「聞き返し」の出現頻度と種類、「聞き返し」連鎖の特徴と日本語母語話者の印象評価について分析を行った。その結果、次の点が明らかになった。
(1) 意味交渉の調整は、①音声、②ことばの意味、③発話の社会文化的意味の理解の3段階からなされていた。中級学習者は①②③、上級学習者は③の意味交渉において問題を生じていた。
(2) 中級学習者は、「確認型」と「言い換え型」の使用、および「聞き返し」連鎖における「進展型」の使用が適切にできず、「聞き返し」連鎖が続く事例が観察された。一方、上級学習者は、「確認型」と「言い換え型」、また「聞き返し」連鎖における「進展型」を効果的に活用して、意味交渉の問題を解決していた。
(3) 「聞き返し」の多さ、「聞き返し」連鎖の長さ、「回避ストラテジー」の失敗は、学習者の日本語能力に対するマイナス評価に繋がっていた。
(4) 中級学習者も上級学習者も、発話の社会文化的意味に関わる意味交渉の問題に遭遇しており、社会文化的意味に対する理解を深めることが重要である。但し、問題が生じた場合は、「進展型」の「聞き返し」等を活用して、マイナス評価を避けることも可能である。

KCI등재

4초급 일본어 청취학습을 위한 수업설계 연구 ― 메타인지 청취 전략을 중심으로 ―

저자 : 柳炅希 ( Ryu Kyoung-hee ) , 金美廷 ( Kim Mi-jeong )

발행기관 : 한국일어교육학회 간행물 : 일본어교육연구 58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37-55 (1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초급 일본어 학습자를 대상으로 한 청취수업에서 메타인지 학습전략을 활용한 수업설계와 모형화에 대해 논했다. 연구 결과는 다음의 네 가지로 의미를 정리할 수 있다. 첫째, 하향식 처리(Top-down process)방식에 의한 초급 일본어 청취수업 설계를 통해 학습자의 인지과정 활성화를 위한 기회, 학습자 스스로 학습을 주도할 수 있는 기회를 부여하는 계기를 만들 수 있다. 둘째, 본 연구에서 제시한 청취수업의 모형은 청취학습에서 전략적 접근을 하지 못했던 학습자들에게 적절한 도구가 될 수 있다. 셋째, 평가방식의 다양화를 통해 의미 있는 언어정보를 습득하게 함으로서 목표언어를 학습자가 능동적 활용하도록 유도했다. 넷째, 결과적으로 초급 학습자들이 까다롭게 느끼는 일본어의 장음, 반탁음, 촉음에 대한 인지가 상향식 처리(Bottom-up process) 학습방식보다 의미 있는 형태로 이루어졌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대학에서의 외국어 교육은 커뮤니케이션을 목표로 하는 전통적 의미의 외국어 학습에서 탈피하여, 넘쳐나는 정보들을 어떤 기준으로 선별하고 가공해야 하는지를 알고, 이 정보들을 비판적으로 수용하는 과정을 통해 학습자들의 인지능력 향상에 도움을 줄 수 있는 방향으로 확장되어 가야 한다. 외국어 학습을 매개로 메타인지에 대한 각성이 학습자들의 전반적인 학습능력을 향상시키고, 교실 밖에서 이루어지는 커뮤니케이션이 이를 통해 더 긍정적으로 이루어 질 수 있다면, 대학에서의 외국어 교육은 확장된 형태로 그 존재 가치를 이어갈 수 있을 것으로 본다.

KCI등재

5마광운경(磨光韻鏡)에 걸친 통섭운(通攝韻) 자음(字音) 규정의 문제점

저자 : 孟垚 ( Meng Yao ) , 李京哲 ( Lee Kyong-chul )

발행기관 : 한국일어교육학회 간행물 : 일본어교육연구 58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57-76 (2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고에서는 通攝韻을 중심으로 磨光韻鏡에서 기재하고 있는 左音注의 吳音과 右音注의 漢音을 실제 吳音·漢音資料와 비교·분석하여 左·右音注에 나타나는 字音 규정의 문제와 오류를 고찰하였다. 그 결과를 정리하면 다음과 같다.
1) 1等 東·冬韻의 陽聲韻은 吳音資料에서 주로 -u(u)형·-ou형으로 출현하는데, 磨光韻鏡의 左音注에서는 주로 1拍의 -u형과 -o형으로 기재하고 있으며, 吳音資料 -ou형을 -u형으로, 또는 -u형을 -o형으로 기재한 例가 존재한다.
2) 3等 東韻 乙類는 吳音資料에서 대부분 -u(u)형으로 출현하는데, 磨光韻鏡에서는 주로 -u형·-ju형으로 기재하고 있어 吳音을 1拍으로 규정하는 경향이 보인다.
3) 3等 東韻 乙類의 脣音字는 漢音資料에서 [ホウ鳳]와 같은 -ou형으로 출현하는데, 磨光韻鏡 右音注에서는 [フウ鳯]와 같은 -uu형으로 기재하고 있다.
4) 3等 東韻 甲類는 吳音·漢音資料 모두 대부분 -iu형·-ju형으로 나타나는데, 磨光韻鏡에서는 吳音을 [チユ中]와 같은 -ju형으로 기재하고 있다.
5) 3等 東韻 甲乙類의 齒音字에 대해 磨光韻鏡에서는 吳音을 [シユ]로, 漢音을 [シユウ]로 기재하고 있다.
6) 3等 鍾韻 甲類는 吳音資料에서 주로 -iu형·-ju형으로 나타나는데 磨光韻鏡에서는 모두 [ヂユ重]와 같은 -ju형으로만 기재하고 있다.
7) 磨光韻鏡에서는 通攝 陽聲字의 吳音을 1拍으로, 漢音을 2拍으로 규정하는 경향이 보인다.

KCI등재

62022년 현재 사용중인 한·일 초등학교 4~6학년 국어교과서 어휘 연구

저자 : 李美淑 ( Lee Mi-suk )

발행기관 : 한국일어교육학회 간행물 : 일본어교육연구 58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77-93 (1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2022년 현재, 한국과 일본에서 사용되고 있는 초등학교 4~6학년 3년분 국어교과서 어휘의 의미분포(Lexical distribution) 대조를 통해 양국이 초등 4~6학년 학생들에게 바라는 사회문화적 요구를 밝히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전체어수를 기준으로 『分類語彙表』(1964, 2004)에 의거하여 분석한 바에 의하면 한국은 중항목 43개 중 인간 활동의 주체를 나타내는 <인간>, <가족>, <인종·민족>, <구성원·직위>를 비롯하여 <경제>, <지배·정치>, <주거>, <물품>, <기계> 등 13항목에서, 일본은 추상적 관계를 나타내는 <양>, <공간>, <작용>, <양상>을 비롯하여, <사회>, <창작·저술>, <문화·역사>, <교류>, <우주·지형>, <자연·물체>, <동물> 등 17항목에서 유의차가 나타났다.
유의차가 나타난 항목을 소분류한 결과에 의하면, 한국은 <노소(老少)>, <신불(神佛)>, <군주>, <장(長)>, <친구>, <세(稅)·자본>, <대우·상벌>, <도움·신세>, <교류·경쟁>, <가옥>, <물품>에서, 일본은 <작용>, <양상>, <사람>, <인물>, <임시적지위>, <영화·연극>, <방문·소개>, <기상(氣象)> 등에서 유의차가 나타났다.
분석 결과, 한국 교과서는 이전보다 많이 줄었지만, 여전히 인간 및 가족, 인종·민족 등이 중요시되고 사회적 계급 및 서열, 경쟁이라는 가치가 남아있고 정치, 경제 등 실생활과 연관이 강하다는 점에서 학생들이 실생활을 제대로 알고 살아가기를 바라는 사회적 기대가 담겨 있다고 볼 수 있다. 한편, 일본 교과서는 이전보다 문학적 색채가 옅어졌고 국가 이데올로기나 정치, 경제, 경쟁 등 실생활과는 거리를 두고 자연과 사회 속에서 자신을 돌아보며 살아가기를 바라는 사회적 기대가 담겨 있다는 결론을 얻었다.

KCI등재

7「書く」活動における日本語学習者のピア評価と役割

저자 : 李舜炯 ( Lee Soon-hyeong )

발행기관 : 한국일어교육학회 간행물 : 일본어교육연구 58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95-113 (1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本稿では、日本語意見文の書き手である学習者が、読み手となってピア評価を行った結果を分析し、その教育的効果を明らかにすることを研究目的とした。「書く」活動のピア評価において学習者が意見文の「何を」「どのように」評価しているか、さらに「書き手」に留まらず、「読み手」「評価者」などといった多様な学習者の役割について分析、考察した。具体的には次の3点の分析結果が提示できる。
1.量的分析において、読み手(評価者)である日本語学習者は、【言語】【内容】【構成】【形式】の評価決定要因のうち、【内容(いい点):(59.7%,129件)】>【言語(改善点):(44.0%,88件)】>【内容(改善点):(27.8%,55件)】の順に、評価で重要視していることが分かった。
2.質的分析において、読み手(評価者)である日本語学習者は、「興味深いテーマ」「明確な根拠」といった【内容】が良ければ高く評価することが分かった。一方、【言語】では「文法的誤用」、【内容】では「根拠不足」の際に「改善の必要性」を感じ、低い評価になることが確認できた。
3.「書く」活動において、日本語学習者は「書き手」、ピア評価の「評価者」以外にも「読み手」「話し手」「聞き手」「情報提供者·共有者」など、多様な役割を経験していることが分かった。そして、学習者はこのような経験を通し、自立的な学びの場を作り、相互的で協働的なピア関係を作り、社会で求められるコミュニケーション能力を学習のなかで身につけていくことが明らかになった。

KCI등재

8무로마치시대 『文明本節用集』에 나타난 連濁語의 혼동 연구

저자 : 李承英 ( Lee Sung-young )

발행기관 : 한국일어교육학회 간행물 : 일본어교육연구 58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15-124 (1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고에서는 자료의 방대성으로 인해 連濁연구 자료로 다루어지지 않았던 『文明本節用集』을 중심으로 連濁의 혼동(ゆれ)상황을 분석하였다. 동시에 크리스천문헌 자료인 『日葡辞書』와도 비교하여 당시 유학의 세계와 일반 세계에서의 連濁의 차이와 連濁의 혼동(ゆれ) 여부에 관해서도 검토하였다. 분석 결과, 淸濁二形이 등록된 漢語를 보면 압도적으로 ザ行音이 많으며, 대부분 朱筆주기 漢音임을 알 수 있다. 또한, 『文明本節用集』은 漢音의 적극적인 표시와 독서음 유지를 위해 連濁되지 않는 漢音 사례가 많은 가운데, 동일한 漢語에 連濁形, 非連濁形이 다수 존재하고 있음을 알 수 있었다. 한편 『日葡辞書』에는 일상적으로 사용되고 있는 連濁形이 다수 등록되어 있는데, 淸濁二形의 등록도 소수 존재한다. 이 같은 淸濁二形의 병존 현상은, 당시 편자의 판단으로 어느 한 쪽을 정하지 않으면서 淸濁二形의 가치적인 차이를 인정하고 있었음을 시사한다.
요컨대 무로마치시대 유학의 세계와 일반세계에서 자료에 따라 連濁이 혼동되고 있는 漢語가 많음을 알 수 있으며, 각각의 한자의 淸濁이 일정하지 않는 것과 궤를 같이하고 있음을 추론해볼 수 있다.

KCI등재

9불만표명행위의 반응에 대한 한중일 대조연구 ― 부담도의 차이를 중심으로 ―

저자 : 鄭賢兒 ( Jung Hyun-aa )

발행기관 : 한국일어교육학회 간행물 : 일본어교육연구 58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25-143 (1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불만제공자의 언어전략의 특징을 한중일 대조연구의 관점에서 분석·고찰하였다.
먼저 부담도가 낮은 상황에서 한국남녀는 이유설명, 사죄표명, 달래기, 감정표출, 자기변호, 책임인정을 다용하였고 남성은 여성에 비해 이유설명을, 여성은 남성에 비해 자기변호를 많이 사용하였다. 일본남녀가 다용하는 언어전략은 사죄표명, 이유설명, 책임인정, 자기변호, 달래기였고, 사죄표명은 여성이 압도적으로 많이 사용하는 반면에 감정표출은 남성이 다용하는 특징을 보였다. 중국남녀가 다용하는 언어전략은 이유설명, 책임회피, 달래기, 감정표출이었고, 이유설명은 남성이, 자기변호는 여성이 다용하는 특징을 보였다.
다음으로 부담도가 높은 상황에서 한국남녀가 다용하는 언어전략은 사죄표명, 달래기, 이유설명, 감정표출이었고, 남성은 여성에 비해 달래기와 감정표출을, 여성은 남성에 비해 자기변호를 특히 많이 사용하고 있었다. 일본남녀가 다용하는 언어전략은 사죄표명, 이유설명이었고, 책임회피는 남성이 압도적으로 많이 사용하는 반면에 달래기는 여성이 압도적으로 다용하는 특징을 보였다. 중국남녀가 다용하는 언어전략은 이유설명, 책임회피, 달래기, 감정표출이었고, 남녀가 유사한 언어전략을 구사하고 있었다.

KCI등재

10일본어 한자 쓰기 활동의 필요성에 대한 고찰 ― 비대면 녹화식 수업의 만족도 조사결과를 중심으로 ―

저자 : 崔廷珉 ( Choi Jung-min )

발행기관 : 한국일어교육학회 간행물 : 일본어교육연구 58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45-158 (1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에서는 2021년도 1학기 녹화식 비대면 수업을 진행한 후 만족도 조사를 실시하여, 수업에 대한 만족도를 통해 학습자의 니즈를 살펴봤다. 만족도 조사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비대면 녹화식 수업의 초급 학습자들은 일본어 학습 중에서 한자를 가장 어려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1 피드백이 가능한 대면 수업과는 달리, 1:1 피드백이 어려운 비대면 녹화식 수업에서 일본어 한자 쓰기 활동을 위해 비대면 학습 환경에 맞춘 다양한 수업 활동에 대한 연구가 필요하다.
둘째, 비대면 녹화식 수업은 반복 학습과 각자의 페이스에 맞춰 수업이 가능한 점이 장점으로, 피드백의 부재, 교실 활동의 부재 등이 단점으로 꼽힌다. 만족도 조사결과, 비대면 녹화식 수업에서 한자 쓰기 활동을 도입하는 것으로 교실 활동의 부재가 보완되었고, 한자 학습에 대한 부담감이 낮아져서 학습자들의 만족도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셋째, 비대면 녹화식 수업을 진행한 후 만족도 조사를 실시한 결과, 수업 만족도와 그 이유에 대한 학습자들의 서술형 답변에서 '한자 쓰기', '한자를 같이 쓰기', '집중도 향상', '수업 중에 같이 써보기' 등이 많이 언급되었는데, 비대면 녹화식 수업에 한자 쓰기 활동을 도입한 것에 대한 학습자들의 긍정적인 만족도가 반영된 결과라고 것을 알 수 있다. 또한, 자유 서술형 답변에서 언급된 학습자들의 의견은 수업 만족도의 이유임과 동시에 수업에 대한 학습자의 니즈이기도 하다. 따라서, 향후 비대면 녹화식 수업을 설계할 때 일본어 한자 쓰기 활동의 도입을 적극적으로 검토할 필요가 있다.

12
주제별 간행물
간행물명 최신권호

東硏(동연)
11권 0호

KCI등재

일본근대학연구
76권 0호

KCI등재

일어일문학연구
121권 0호

KCI등재

일본어교육연구
59권 0호

KCI등재

일본연구
91권 0호

KCI등재

일본어교육
99권 0호

KCI등재

일어일문학연구
120권 0호

KCI등재

일본근대학연구
75권 0호

KCI등재

일본어교육연구
58권 0호

KCI등재

일본어교육
98권 0호

KCI등재

일본연구
90권 0호

KCI등재

일어일문학연구
119권 0호

東硏(동연)
10권 0호

KCI등재

일본근대학연구
74권 0호

KCI등재

일본어교육연구
57권 0호

KCI등재

일본어교육연구
56권 0호

KCI등재

일본어교육연구
55권 0호

東硏(동연)
9권 0호

한국일본어교육학회 학술발표논문집
2021권 0호

KCI등재

일본연구
89권 0호
발행기관 최신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발행기관 최신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