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문 상세보기

한국환경생태학회> 한국환경생태학회지> 도시 열환경 개선을 위한 바람길 특성 분석 및 관리 전략 - 부산광역시를 사례로 -

KCI등재

도시 열환경 개선을 위한 바람길 특성 분석 및 관리 전략 - 부산광역시를 사례로 -

Ventilation Corridor Characteristics Analysis and Management Strategy to Improve Urban Thermal Environment - A Case Study of the Busan, South Korea -

문호경 ( Ho-yeong Moon ) , 김동필 ( Dong-pil Kim ) , 권영달 ( Young-dal Gweon ) , 박현빈 ( Hyun-bin Park )
  • : 한국환경생태학회
  •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5권6호
  • : 연속간행물
  • : 2021년 12월
  • : 659-668(10pages)
한국환경생태학회지

DOI


목차

서 론
연구방법
결과 및 고찰
REFERENCES

키워드 보기


초록 보기

본 연구는 부산광역시를 대상으로 열환경을 개선하기 위한 바람길 관리 방안 제안을 목적으로 한다. 이를 위해, Landsat-7 위성 열영상 자료와 공간통계 분석을 실시하여 부산광역시의 Hot spot과 Cool spot 지역 특성을 파악하였으며, WRF 기상모의를 통해 주요 바람길을 분석하였다. 그 결과, Hot spot 지역 중 열환경 개선이 요구되는 지역은 부산진구, 동래구, 연제구와 사상구 공업지역, 대규모 시설지역에는 부산항 부두로 나타났으며 주요 바람길에는 금정산~백양산~구덕산 계곡부로서 확인되었다. 이를 바탕으로 바람길 관리 전략을 제시하면 다음과 같다. 공업시설과 부산항 일대는 대기 온도 상승 요인으로서 주변 지역의 열환경을 악화시키므로 시설의 온도저감 및 바람길을 고려한 도시·건축계획이 요구된다. 바람길 관리가 필요한 지역으로 만덕동, 사직동 일대 산림에 대한 추가적인 훼손이 일어나지 않도록 하여야 하며, 산림과 인접한 지역의 대규모 고층아파트는 산림에서 생성된 차고 신선한 공기의 흐름을 방해하므로 금정산과 접해있는 제3종 일반주거지역의 신규·재개발에 따른 고층아파트 단지 조성은 지양해야 한다. 본 연구 결과는 부산광역시의 기후변화에 대응한 도시계획 및 환경계획수립 시 기초자료로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propose a ventilation corridor management plan to improve the thermal environment for Busan Metropolitan City. To this end, the characteristics of hot and cool spots in Busan were identified by conducting spatial statistical analysis, and thermal image data from Landsat-7 satellites and major ventilation corridors were analyzed through WRF meteorological simulation. The results showed the areas requiring thermal environment improvement among hot spot areas were Busanjin-gu, Dongnae-gu, industrial areas in Yeonje-gu and Sasang-gu, and Busan Port piers in large-scale facilities. The main ventilation corridor was identified as Geumjeongsan Mountain-Baekyangsan Mountain-Gudeoksan Mountain Valley. Based on the results, the ventilation corridor management strategy is suggested as follows. Industrial facilities and the Busan Port area are factors that increase the air temperature and worsen the thermal environment of the surrounding area. Therefore, urban and architectural plans are required to reduce the facility's temperature and consider the ventilation corridor. Areas requiring ventilation corridor management were Mandeok-dong and Sajik-dong, and they should be managed to prevent further damage to the forests. Since large-scale, high-rise apartment complexes in areas adjacent to forests interfere with the flow of cold and fresh air generated by forests, the construction of high-rise apartment complexes near Geumjeongsan Mountain with the new redevelopment of Type 3 general residential area should be avoided. It is expected that the results of this study can be used as basic data for urban planning and environmental planning in response to climate change in Busan Metropolitan City.

UCI(KEPA)

I410-ECN-0102-2022-400-000947211

간행물정보

  • : 자연과학분야  > 생물
  • : KCI등재
  • :
  • : 격월
  • : 1229-3857
  • : 2288-131X
  • : 학술지
  • : 연속간행물
  • : 1987-2022
  • : 1572


저작권 안내

한국학술정보㈜의 모든 학술 자료는 각 학회 및 기관과 저작권 계약을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이에 본 자료를 상업적 이용, 무단 배포 등 불법적으로 이용할 시에는 저작권법 및 관계법령에 따른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36권2호(2022년 04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설악산국립공원 아고산대 식생구조 특성 및 식물상

저자 : 이상철 ( Sang-cheol Lee ) , 강현미 ( Hyun-mi Kang ) , 김동효 ( Dong-hyo Kim ) , 김영선 ( Young-sun Kim ) , 김정호 ( Jeong-ho Kim ) , 김지석 ( Ji-suk Kim ) , 박범진 ( Bum-jin Park ) , 박석곤 ( Seok-gon Park ) , 엄정희 ( Jeong-hee Eum ) , 오현경 ( Hyun-kyung Oh ) , 이수동 ( Soo-dong Lee )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6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18-138 (2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설악산국립공원 아고산대에서 출현하는 주요 식생의 지역별, 해발고별 식생구조를 파악하고, 식물상 목록을 작성하고자 수행되었다. 기존 아고산대 연구결과를 고찰하고, 사전조사를 통해 아고산대 식생이 처음 출현하는 지점을 남측을 기준으로 800m로 결정하고 그곳에서부터 해발고도 50m 간격으로 북측 백담사~마등령 탐방로(BD) 12개소, 서측 한계령~끝청 탐방로(HG) 13개소, 동측 신흥사~소청봉 탐방로(SA) 13개소, 남측 오색~끝청, 오색~대청봉 탐방로(OS) 39개소에 각각 조사구를 설치하여 총 77개소에서 현장조사를 수행하였다. 분석결과, 아고산대 주요 식물인 신갈나무, 사스래나무, 분비나무 등의 출현 여부에 따른 종조성과 지역 및 해발고도에 의해 신갈나무-전나무-당단풍나무군락, 신갈나무-피나무군락, 신갈나무-잣나무군락, 신갈나무-당단풍나무군락, 사스래나무-분비나무군락, 잣나무-분비나무군락, 낙엽활엽혼효군락의 총 7개 군락으로 분류되었다. 조사구(100㎡)당 10.68±2.98종이 출현하였고, 110.87±63.89개체가 확인되었다. 종다양성지수 분석결과, 설악산국립공원 아고산대 식생군락은 다양한 수종이 중요종으로 출현하는 혼효림으로 판단되었다. 지역별로 아고산대 주요 식물이 출현하는 최초 해발고도는 차이가 있었지만, 1,100~1,300m 구간에서 집중적으로 분포하고 있었다. 관속식물은 총 83과 193속 289종 4아종 28변종 1품종 322분류군으로 파악되었다. 법정보호종은 기생꽃 1분류군이 확인되었다. 한반도 고유종은 19종이 확인되었으며, 아고산식물은 58분류군이 확인되었다.


This study was conducted to identify the vegetation structure of major vegetation by region and elevation in the subalpine zone of Seoraksan National Park and prepare an inventory of flora. We reviewed the results of the previous subalpine studies and, through a preliminary survey, determined that the first appearance point of subalpine vegetation was about 800 m based on the south. Then we conducted a site survey by installing a total of 77 plots, including 12 plots on the northern Baekdamsa-Madeungnyeong trail (BD), 13 plots on the west Hangyeryeong-Kkeutcheong trail (HG), 13 plots on the east side of Sinheungsa-Socheongbong trail (SA), and 39 plots in the southern Osaek-Kkeutcheong, Osaek-Daecheongbong trail (OS), in an interval of 50 m above sea level. The analysis classified 7 communities, including Qercus mongolica-Abies holophylla-Acer pseudosieboldianumcommunity, Q. mongolica-Tilia amurensiscommunity, Q. mongolica-Pinus koraiensiscommunity, Q. mongolica-A. pseudosieboldianumcommunity, Betula ermanii-A. nephrolepiscommunity, P. koraiensis-A. nephrolepiscommunity, and mixed deciduous broad-leaf tree community according to the species composition based on the appearance of the major subalpine plants such as Quercus mongolica, Betula ermanii, and Abies nephrolepis, region, and elevation. 10.68±2.98 species appeared per plot (100 m²), and 110.87±63.89 individuals were identified. The species diversity analysis showed that the subalpine vegetation community of Seoraksan National Park was a mixed forest in which various species appeared as important species. Although there was a difference in the initial elevation for the appearance of major subalpine plants by region, they were distributed intensively in the elevation range of 1,100 to 1,300 m. In the Seoraksan National Park, 322 taxa, 83 families, 193 genera, 196 species, 1 subspecies, 26 varieties, and 4 forms of vascular plants were identified. One taxon of Trientalis europaeavar.arcticawas identified as the protected species. The endemic plants were 19 taxa, and 58 taxa were identified as subalpine plants.

KCI등재

2멸종위기종 팔색조 전국 번식울음 분포 및 생물계절 특성 연구

저자 : 최세준 ( Se-jun Choi ) , 기경석 ( Kyong-seok Ki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6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39-149 (1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전국 보호지역을 대상으로 생물음향 녹음기술을 이용하여 팔색조 번식울음을 탐지하고 생물계절 특징을 파악하여 팔색조 서식지 보호와 기후 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기초자료를 작성하는데 목적이 있다. 연구대상지는 전국 보호지역 36개소였다. 데이터 수집 기간은 2019년 1월부터 12월이며, 분석 기간은 2019년 5월 1일부터 2019년 8월 31일이었다. 주요 연구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 번째, 36개소의 연구대상지에서 팔색조 번식울음이 탐지된 곳은 22개소였다. 번식울음 빈도 분석 결과 높은 빈도를 나타낸 지역은 제주도를 포함한 남부내륙이었고, 위도가 제일 높은 지역은 설악산국립공원이었다. 두 번째, 팔색조 번식울음 초성은 2019년 5월 14일에 한려해상국립공원 금산에서 나타났고, 종성은 2019년 8월 6일에 고창 운곡습지에서 나타났다. 세 번째, 번식울음 일주기 분석 결과 05시에 울음 빈도수가 급격하게 상승하여 06시에 피크를 나타낸 뒤, 다시 줄어드는 패턴이 나타났다. 네 번째, 번식울음 계절주기 분석 결과 2019년 5월 14일부터 8월 6일까지 나타났고, 번식울음 누적빈도가 가장 높은 날은 6월 3일(Julian date: 154)이었다. 번식울음이 탐지된 날의 평균 기온은 17.4℃, 평균 강수량은 0.02mm, 평균 습도는 82.6%이었다. 다섯 번째, 팔색조 번식울음과 기상요인과의 상관관계 분석 결과, 번식울음과 기온과의 관계가 음의 상관관계(p<0.001)를 나타내었고, 강수량(p=0.053), 습도(p=0.077)는 유의한 의미를 나타내지 않았다(df=471). 본 연구는 전국 보호지역을 대상으로 생물음향 녹음기술을 이용하여 팔색조의 번식울음 분포를 확인하고, 울음기간, 기상요인과의 관계를 정밀하게 분석하여 생태적 특성을 밝힌 연구라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This study aimed to prepare basic data for protecting the habitat of Fairy Pitta Pitta nympha and coping with climate change by detecting songs with bio-acoustic recording technology and identifying phonological characteristics in protected areas in Korea. The study sites were 36 protected areas nationwide. Data were collected between January and December 2019, and the analysis period was from May 1 to August 31, 2019. The main results are described as follows. Firstly, songs were detected in 22 out of 36 study sites. Frequency analysis results of songs show that high frequency was observed in southern inland, including Jeju island, and the area with the highest latitude was Seoraksan National Park. Secondly, the first song was observed in Hallyeohaesang National Park Geumsan on May 14, 2019, and the last song was observed in Ungok wetland in Gochang on August 6, 2019. Thirdly, circadian rhythm analysis results of songs show that the frequency rapidly increased at five o'clock in the morning, peaked at six o'clock, and then decreased afterward. Fourthly, seasonal cycle analysis results of songs show that they were observed from May 14, 2019 to August 6, and the day with the highest accumulated frequency of songs was June 3, 2019 (Julian date: 154). The average temperature of the day the songs were detected was 17.4℃, the average precipitation was 0.02㎜, and the average humidity was 82.6%. Fifthly, a correlation analysis result between Fairy Pitta's songs and meteorological factors shows that temperature indicated a negative correlation with Fairy Pitta's songs (p<0.001), but precipitation (p=0.053) and humidity (p=0.077) did not indicate a statistical significance (df=471). This study is significant in that it confirmed the distribution of Fairy Pitta's songs using bio-acoustic recording technology in protected areas nationwide and identified their ecological characteristics by precisely analyzing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song period and meteorological factors.

KCI등재

3낙동강 보 구간 저서성 대형무척추동물의 생물다양성 변화와 군집 특성

저자 : 정상우 ( Sang Woo Jung ) , 김윤호 ( Yoon-ho Kim ) , 이재하 ( Jae-ha Lee ) , 김동건 ( Dong-gun Kim ) , 김민경 ( Min-kyung Kim ) , 김현맥 ( Hyun-mac Kim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6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50-164 (1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2020년 5월부터 10월까지 4대강 사업의 하나로 준공된 8개의 낙동강 보 구간에 서식하는 저서성 대형무척추동물의 생물다양성 변화와 군집분석을 수행하였으며, 2010년부터 2020년까지 약 10년간의 저서성 대형무척추동물 주요 분류군에 대한 변화상을 분석하였다. 조사결과 저서성 대형무척추동물은 총 3문 5강 18목 52과 83속 97종 128.1개체/㎡가 출현하였으며, 오염지표생물인 깔따구류(Chironomidae sp.)와 실지렁이류(Tubificidae spp.)가 전체적으로 우점하였다. 군집분석결과 우점도지수는 평균 0.62±0.20이고 다양도지수는 1.87±0.63로 낙동강 보 상류에서 가장 안정적으로 분석되었다. 낙동강 보 중앙부에서는 실지렁이가 우점하였으며, 칠곡보와 강정고령보에서 가장 불안한 군집구조가 나타났다. 군집안정성 분석결과 상대적 회복력과 저항력이 높은 특성군I이 높게 나타났으며, 저항력과 회복력이 낮은 특성군III이 소수 분포하는 것으로 나타나 현재 낙동강 보 구간의 군집은 매우 불안한 상태로 분석되었다. 섭식기능군에서는 잡아먹는무리가 비교적 높게 출현하였고, 썰어먹는무리, 모아먹는무리, 걸러먹는무리는 낮게 나타났다. 서식기능군에서는 굴파는무리와 기어오르는무리가 우세하게 출현하여 대부분 용존산소가 낮은 정수생태계에서 출현하는 기능군들이 많이 분포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주요 법적보호종으로는 상주보와 낙단보에서 멸종위기야생생물 II급인 노란잔산잠자리(Macromia daimoji)가 분포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과거부터 10년간의 분석결과 종수와 개체수는 댐 공사 직후에는 증가하였지만, 2016년 이후부터 급감하면서 다시 안정화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우점종으로는 깔따구류가 모든 지점에서 우점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현재 약 50% 수준의 비율로 유지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EPT 그룹은 2011년을 기점으로 대폭 감소하였으며, 이중 강도래목과 날도래목은 회복하지 못하는 것으로 분석되었다. 오염지표생물인 실지렁이류는 2012년 공사 완료 후 증가 추세를 보였으며, 2015년과 2020년에 개체수가 폭발적으로 증가하였다. 멸종위기야생생물 I급으로 지정된 귀이빨대칭이(Cristaria plicata)는 2011년 합천창녕보에서 출현 후 관찰되지 않았으며, 멸종위기야생생물 II급인 노란잔산잠자리는 2015년까지 7개의 구간에서 드물게 확인되었으나 현재 분포 서식처가 급격히 줄어든 것으로 확인되었다.


The objective of this study is to analyze the biodiversity changes and characteristics of the benthic macroinvertebrate community in the Nakdong River with eight weirs, which was constructed as one of the Four Major River Restoration Projects from May to October 2020. The study also includes the analysis of changes in the major groups of benthic macroinvertebrates for about ten years, from 2010 to 2020. The surveys collected 97 species of benthic macroinvertebrates belonging to 83 genera, 52 families, 18 orders, five classes, three phyla, and 128.1 individuals/m2. Chironomidae sp. and Tubificidae spp., which are pollutant indicators, dominated throughout the sections. The community analysis result shows the average dominant index and the diversity index of 0.62±0.20 and 1.87±0.63, respectively, and indicated the most stability of the freshwater ecosystem in the upper stream of the Nakdong River. The survey showed dominance by Chironomidae sp. at the center of the Nakdong River weir and the most unstable community in Chilgok and Gangjeong Goryeong weirs. The results of the community stability analysis showed a high distribution of the characteristic group I with high resilience and resistance and small distribution of characteristic group III with low resistance and resilience, indicating a very unstable condition of communities in the Nakdong River weir section. Predators were relatively abundant among the functional feeding groups (FFGs), whereas shredders, gatheringcollectors, and filtering-collectors were relatively lower. Among the habitat orientation groups (HOGs), burrowers and climbers were dominant, indicating a wide distribution of groups in ecosystems with low dissolved oxygen. An endangered species level II of Macromia daimoji was found in Sangju and Nakdan weirs. The analysis results for 10 years from 2010 showed that the number of species and populations increased immediately after the dam construction but plummeted in 2016 and are now stabilizing. Chironomidae spp. has been dominant in all sections over the past 10 years, and they are currently maintained at a rate of about 50%. The EPT groups have decreased significantly since 2011, and the Plecoptera and Trichoptera of the group have not yet been restored. The population of Tubificidae spp. showed an increase after construction was completed in 2012 and drastically increased in 2015 and 2020. The species of Cristaria plicata, designated as endangered species level I, has not been observed since 2011 in Hapcheon Changnyeong weir. Moreover, Macromia daimoji was rarely observed in seven weirs until 2015, and it has been confirmed that the current distribution habitat has decreased rapidly.

KCI등재

4화포천 습지의 어류군집 특성

저자 : 고명훈 ( Myeong-hun Ko ) , 최광식 ( Kwang-seek Choi ) , 임정철 ( Jeong-cheol Lim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6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65-176 (1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화포천 습지의 어류 군집 특성을 밝히기 위해 2020년 5월부터 9월까지 3회 조사를 실시하였다. 조사기간 동안 8개 지점에서 채집된 어류는 7과 21종 735개체였다. 우점종은 치리(Hemiculter eigenmanni, 23.8%), 아우점종은 배스(Micropterus salmoides, 10.3%), 그 다음으로 피라미(Zacco platypus, 9.5%), 붕어(Carassius auratus, 9.4%), 참붕어(Pseudorasbora parva, 9.0%), 참몰개(Squalidus chankaensis tsuchigae, 6.7%), 큰납지리(Acheilognathus macropterus, 5.4%), 블루길(Lepomis macrochirus, 5.2%), 모래무지(Pseudogobio esocinus, 4.1%), 끄리(Opsariichthys uncirostris amurensis, 3.7%), 떡붕어(Carassius cuvieri, 3.3%) 등의 순으로 우세하였다. 법정보호종은 환경부지정 멸종위기 야생생물 II급의 백조어(Culter brevicauda) 1종이 확인되었고, 한국고유종은 참몰개 1종(4.8%)이 출현하였다. 외래종은 배스, 블루길, 떡붕어 3종이, 육봉형 어류는 밀어 1종이 채집되었다. 선행연구 결과와 비교하면, 유수역에 서식하는 어류의 비율은 감소하고 정수역에 서식하는 어류의 비율은 증가하는 경향을 보였는데, 특히 생태계교란 야생생물로 지정된 배스와 블루길은 점차 증가하는 경향을 보였다. 어류 군집분석 결과, 본류 지점들(St. 1, 3, 4, 5, 6, 8)은 우점도는 낮으나 다양도와 풍부도는 높았고, 지류(St. 2, 7) 등의 지점들은 우점도는 높으나 다양도와 풍부도는 낮았다. 어류를 이용한 하천 건강성은 나쁨(6개 지점), 보통(1개 지점), 매우 나쁨(1개 지점)으로 평가되었다. 수질 등급은 화학적산소요구량(COD)과 총유기물질(TOC), 부유물질(SS), 총대장균군수(TC) 등으로 인해 약간 나쁨으로 평가되었으며, 연도별 수질은 생물학적산소요구량(BOD), 화학적산소요구량, 부유물질, 클로로필-a(Chl-a) 등이 점차 증가하는 경향을 보였다. 화포천 습지의 안정적인 어류 서식 및 하천 건강성을 향상시키기 위해서는 수질개선 및 생태계교란종(배스, 블루길)의 체계적인 관리가 요구된다.


This study surveyed the characteristics of fish communities in Hwapocheon Wetland, Korea, from May to September 2020. The survey collected 735 objects in 21 species belonging to 7 families from 8 survey stations. The dominant and subdominant species were Hemiculter eigenmanni(23.8%) and Micropterus salmoides(10.3%), respectively. The next most abundant species were Zacco platypus(9.5%), Carassius auratus(9.4%), Pseudorasbora parva(9.0%), Squalidus chankaensis tsuchigae(6.7%), Acheilognathus macropterus(5.4%), Lepomis macrochirus(5.2%), Pseudogobio esocinus(4.1%), Opsariichthys uncirostris amurensis(3.7%), and Carassius cuvieri(3.3%). Among the fish species collected, one species, Culter brevicauda, was class II endangered wildlife designated by the Ministry of Environment, and one species,S. c. tsuchigae(4.8%), was endemic to Korea.Additionally, three exotic species (M. salmoides, L. macrochirus, and C. cuvieri) and one landlocked species (Rhinogobius brunneus) were collected. Compared to previous studies, the proportion of fish living in the running water area tended to decrease, the proportion of fish living in the water purification area tended to increase, and ecosystem-disturbing species (M. salmoides and L. macrochirus) tended to increase gradually. Results of fish community analysis showed that the mainstream stations (St. 1, 3, 4, 5, 6, and 8) had low dominance, but high diversity and richness, and other stations (St. 2 and 7) had high dominance but low diversity and richness. The river health (index of biological integrity) evaluated using fish was assessed as bad (6 stations), normal (1 station), and very bad (1 station). The water quality grade was assessed as slightly bad due to the chemical oxygen demand (COD), total organic content (TOC), suspended solid (SS), and total coliforms (TC). The annual water quality showed a gradually increasing trend of biological oxygen demand (BOD), COD, SS, and chlorophyll-a. The stable life of fish and the improvement of river health in Hwapocheon Wetland require water quality improvement and the systematic management of ecosystem-disturbing species (M. salmoidesand L. macrochirus).

KCI등재

5한국특산 복사앵도나무(Prunus choreiana H. T. Im)의 분포특성, 개체군구조 및 결실동태

저자 : 김영철 ( Young-chul Kim ) , 채현희 ( Hyun-hee Chae ) , 손성원 ( Sung-won Son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6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77-201 (2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생물다양성보전 당사국 총회에서 지구식물보전전략의 채택에 따라 각각의 목표 달성을 위한 활동이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다. GSPC-2020의 목표 2와 7의 달성을 위한 보전생태학적인 연구의 필요성이 높아지고 있다. GSPC-2020의 목표 달성을 위해 우선순위를 가지는 종은 희귀식물과 특산식물이다. 특히 특정한 지역에 제한적인 분포를 나타내는 특산식물은 멸종위협 또한 높다고 평가된다. 이러한 필요성에 따라 본 연구에서는 한국특산식물인 복사앵도나무를 대상으로 먼저 분포현황을 평가하였다. 다음으로 생육지의 식생환경을 조사하였고 각 개체군의 구조를 평가하였다. 또한 열매의 생산성을 평가하였고 열매의 생산에 있어서 화분매개곤충의 영향을 평가하였다. 이와 더불어 생산한 꽃의 수에 따른 열매의 결실 비율을 평가하였다. 마지막으로 연간생장특성을 관찰하였다. 복사앵도나무의 분포지는 특정한 식생유형을 나타내지 않았다. 모든 분포지는 한반도 중부에 위치한 강원도의 석회암지대에 위치하였고 교목과 아교목의 피복도가 높지 않거나 존재하지 않는 공간을 점유하였다. 개체군의 구조는 열매를 생산할 수 있는 성숙단계에 속하는 개체의 비율이 높았고 유묘와 어린단계의 개체 비율이 낮았다. 열매의 생산에는 화분매개곤충에 의한 수분이 필요하였고 각 개체의 활력이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량의 꽃을 생산하지만 관찰되는 열매는 최대 20%, 평균적으로는 2∼6%에 불과하였다. 이러한 개화특성은 열매의 생산에 화분매개곤충이 필요하지만 개화기에 해당하는 3월 중순에서 4월 초순은 화분매개곤충의 종류가 적고 활동 또한 활발하지 않음에 따라 다량의 꽃을 이용한 곤충의 유인이 필요하기 때문으로 판단되었다. 복사앵도나무 분포지에서 종자에 의한 재정착은 드물게 관찰되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오랜 수명을 소유하고 있고 주기적으로 다량의 열매를 생산하는 특성에 따라 개체군의 지속은 가능할 것으로 예상되었다. 다만 복사앵도나무는 경쟁관계에 있는 교목 및 아교목에 의한 울폐도가 증가할 경우 생장의 저해 및 소멸에 이를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현재와 같이 분포지의 식생환경이 변화할 경우 장기적으로 개체수의 감소와 분포지의 축소가 예상되었다. 본 연구의 결과는 IUCN의 국가 적색목록평가의 기초 정보가 될 수 있음은 물론 GSPC-2020의 달성에 필요한 중요한 자료가 될 것으로 판단되었다.


Following the adoption of the global plant conservation strategies at the Conference of the Parties for Biodiversity Conservation, diligent actions to achieve each targets are actively carried out. In particular, the need for ecological conservation research to achieve targets 2 and 7 of GSPC-2020 has increased. The priority taxa to accomplish the objectives of GSPC-2020 are rare and endemic plants. In particular, endemic plants with limited distribution in specific regions are evaluated to face a high risk of extinction. To address the necessity to preserve endemic plants, we investigated the distribution of Prunus choreiana H. T. Im, a Korean endemic plant. After that, we examined the vegetational environment of the habitat of P. choreiana and evaluated its population structure. The productivity of its fruits and the effects of pollinators on fruit production were evaluated as well. The fruiting ratio was calculated based on the number of flowers produced. Lastly, we observed the annual growth characteristics of P. choreiana. The habitats of P. choreiana did not show a specific type of vegetation. All of them were located in a limestone area of Gangwon-do in the central Korean Peninsula and occupied a site where the coverage of the tree layer and the sub-tree layer was not high or did not exist. The population structure of P. choreiana contained a high proportion of mature plants capable of producing fruits and a low proportion of seedlings and Juvenile plants. We found that the production of fruits required pollinators and was affected by the performance of each plant. Although P. choreiana produces many flowers, only a maximum of 20% and only 2-6% on average bear fruits. These flowering characteristics may be due to pollinators' low abundance and activity during the flowering season (between mid-March and early April), suggesting that many flowers are needed to attract more pollinators. We rarely observed the re-establishment of seedlings in the population of P. choreiana. Despite that, we predict the population to persist owing to its long lifespan and periodic production of numerous fruits. However, if the tree layer and sub-tree layer in competing status with P. choreiana increase their crown density, they are expected to inhibit the growth of P. choreiana and affect the risk of its extinction. Therefore, the current changes in the vegetational environment of the habitats are expected to decrease the number and extent of P. choreiana in the long term. The results of this study may serve as primary and important data necessary for the achievement of GSPC-2020 objectives.

KCI등재

6동물 행동권 분석 방법론 고찰 - 괭이갈매기 사례 분석과 시사점 -

저자 : 이성주 ( Sung-joo Lee ) , 이후승 ( Who-seung Lee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6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202-216 (1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동물은 그들의 필요와 외부 자극, 그리고 주변 환경에 반응하면서 특정한 행동과 이동 패턴을 보이며, 생활하면서 대부분의 시간을 보내는 일정한 영역인 행동권(home range)을 가진다. 행동권은 종의 존속과 보전에 매우 중요한 영역이라는 점에 기반하여 해외에서는 행동권 추정 방법론 개발 및 정책 반영이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다. 원격 추적 기술의 발전으로 인해 좌표간 시간 간격이 줄어들며 정밀해진 동물 추적 데이터는 기존 행동권 방법론에 한계점을 드러냈으며, 이를 보완하기 위하여 다양한 새로운 방법론이 개발되었다. 하지만, 국내 행동권 연구는 아직 더딘 편이며 새로이 개발된 방법론 도입도 전혀 이루어지지 않고 있는 상태이다. 본 연구는 동물 행동권의 더욱 정확한 추정을 목적으로 꾸준하게 개발되어 온 해외의 방법론들을 정리 및 소개하여 국내 도입을 촉진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먼저 크게 기하학적 그리고 통계적 추정 방법론으로 나눈 후 좌표들이 독립일 때와 자기상관성이 존재할 때의 경우로 나누어 총 7가지의 행동권 추정 방법론을 비교 및 고찰하였다. 실제 전남 신안군 불무기도에 번식하는 괭이갈매기(Larus Crassirostris)의 6월 한 달간 GPS 위치 추적 정보를 사용해 본 연구에서 소개한 방법론을 적용하여 행동권을 도출하였다. 행동권 결과를 비교분석 함으로써 각 방법론의 특징 및 한계점을 논의하였으며, 향후 동물 행동권을 분석하고자 하는 연구자가 본인이 가지고 있는 데이터 특성과 분석 목적에 알맞는 방법론을 선택할 수 있도록 행동권 분석 방법론 선택 의사결정 가이드라인을 제시하였다.


Animals exhibit certain behaviors and movement patterns as they react to their internal needs, external stimuli, and surrounding environments. They have a bounded range in which they mostly spend their time, and it is referred to as a home range. Based on the fact that the home range is a critical area for the survival and preservation of species, there has been a growing body of research on developing more precise home range estimation methods to use the estimated ranges as a ground for establishing an effective conservation policy since the early 1940s. Recent rapid advancements in telemetry technology that resulted in the presence of autocorrelation between locations with short time intervals revealed the limitations of the existing estimators. Many novel estimators have been developed to compensate for it by incorporating autocorrelation in calculating home ranges. However, studies on the animal home range are still in their early stage in Korea, and newly developed methodologies have not yet been adopted. Therefore, this study aims to introduce the foreign home range estimation methods and foster domestic research activities on home ranges. Firstly, we compared and contemplated seven estimators by categorizing them into geometrical and statistical methodologies and then divided them into estimators that assume independent observations and those that consider autocorrelation in each category. After that, the home ranges of black-tailed gulls (Larus crassirostris) were calculated using GPS tracking data for the month of June and derived home range estimators by applying the methodology introduced in this study. We analyzed and compared the results to discuss the strengths and weaknesses of each method. Lastly, we proposed a guideline that can help researchers choose an appropriate estimator for home range calculation based on the animal location data characteristics and analysis purpose.

1
권호별 보기
같은 권호 다른 논문
| | | | 다운로드

KCI등재

1서남해안 도서지역의 난온대 식생유형화 및 훼손등급

저자 : 박석곤 ( Seok-gon Park ) , 성찬용 ( Chan-yong Sung ) , 강현미 ( Hyun-mi Kang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5권 6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579-593 (1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전남 서남해(진도·완도·강진·고흥·여수)의 여러 도서지역을 조사하여 식생을 유형화했고, 난온대 상록활엽수림의 우점도·출현종수를 기준으로 난온대림의 훼손등급 평가기준을 제안했다. 이를 통해 훼손등급별 복원유형과 복원기법을 제시하여, 도서지역의 난온대림 복원계획을 수립하는 데 활용하고자 했다. 307개의 식생조사 데이터를 이용해 TWINSPAN기법으로 식생유형화를 시도했는데 8개 식물군락으로 구분됐고, 각 군락별 상록활엽수종의 출현 특성을 파악했다. 군락Ⅰ은 해발 86.6m의 사면하부에 위치했고 참식나무와 구실잣밤나무가 우점했다. 군락Ⅱ·Ⅲ은 해발 10.5∼22.5m 이하의 저지대 해안가에 출현하는 군락으로서 후박나무·생달나무·참식나무·구실잣밤나무가 우점했다. 군락 Ⅳ·Ⅴ는 해발 71.9∼153.4m 사이의 사면 하부·중부에 분포한 군락으로서 구실잣밤나무가 우점하는 군락이었다. 군락Ⅵ는 해발 166.9m의 사면 하부·중부에 위치하며 교목층과 아교목층에 참식나무가 우점했고, 마지막 군락 Ⅶ · Ⅷ은 해발 187.8∼246.2m의 사면중부에 붉가시나무·참가시나무가 출현했다. 정리하면, 후박나무·생달나무·참식나무 등이 우점한 상록활엽수림은 주로 해안가 저지대에 출현했고, 구실잣밤나무군락은 이 군락보다 더 높은 내륙지역에 분포했다. 이 두 군락보다 더 높은 곳의 내륙 고지대에는 붉가시나무·참가시나무 등의 가시나무류 군락이 나타났다. 상록활엽수의 교목층 상대우점치와 교목성 상록활엽수 종수에 따라 훼손등급을 0∼Ⅴ로 구분했다. 그 훼손등급에 따라 복원유형(보존형, 유도형, 갱신형, 조성형)과 복원기법을 제안했다.

KCI등재

2생물음향 탐지기법을 이용한 한국 매미아과의 출현 시기 및 서식지 분포 특성 연구

저자 : 김윤재 ( Yoon-jae Kim ) , 기경석 ( Kyong-seok Ki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5권 6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594-600 (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국내 매미아과를 대상으로 번식울음 시기를 전국적으로 관측하여 종별 출현 시기 및 서식지 분포 특성을 밝히는데 그 목적이 있다. 연구대상지는 전국 보호지역 19개소이었다. 매미 번식울음 수집기간은 2019년 12개월간이었다. 매미 번식울음 녹음은 매시간당 1분씩 WAV, 44,100Hz 포맷으로 생물음향 측정장비를 설치하여 녹음하였다. 온도는 미기상 측정장비를 이용하여 시간당 1~2회씩 기록하였다. 연구대상종은 국내 매미아과 9종이었다. 번식울음 분석은 매미종별 번식울음 시종점을 기록하였다. 분석 결과, 연구대상지 19개소에서 출현한 매미는 9종이었다. 종별 번식울음 시기는 말매미(7/12~9/30), 애매미(7/27~10/20), 참매미(7/25~10/9), 유지매미(7/28~9/5), 털매미(7/3~9/29), 늦털매미(9/14~10/30), 소요산매미(6/26~8/2), 참깽깽매미(7/27~9/28), 쓰름매미(8/8~9/11) 순이었다. 종별 번식울음 기간은 35일(쓰름매미)~89일(털매미) 사이었고 평균 62일이었다. 종별 서식지 해발고도는 말매미(5~386m), 애매미(7~759m), 참매미(7~967m), 유지매미(42~700m), 털매미(7~700m), 늦털매미(5~759m), 소요산매미(7~759m), 참깽깽매미(397~967m), 쓰름매미(7~42m) 순이었다. 종별 서식지 평균온도는 말매미(23.9℃), 애매미(21.8℃), 참매미(22℃), 유지매미(23℃), 털매미(22.9℃), 늦털매미(14.6℃), 소요산매미(20.6℃), 참깽깽매미(19.3℃), 쓰름매미(24.4℃) 순이었다. 종별 서식지 분포는 애매미, 참매미, 털매미는 전국 15개소 이상 분포하였다. 말매미는 서남부 저지대에 분포하였다. 유지매미는 한반도 서부 지역에 분포하였다. 늦털매미는 고산지대와 동남부 일부를 제외한 지역에 분포하였다. 소요산매미는 산지에 가까운 지역에 분포하였다. 참깽깽매미는 고산지대에 국지적으로 분포하였다. 쓰름매미는 평지형 습지에 국지적으로 분포하였다.

KCI등재

3척과천에 서식하는 점몰개(Squalidus multimaculatus)의 생태 특성

저자 : 변화근 ( Hwa-keun Byeon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5권 6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601-608 (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점몰개(Squalidus multimacultus)의 생태적 특징을 연구하기 위해 2020년 1월부터 12월까지 태화강 지류 척과천에서 조사를 실시하였다. 본 종의 서식지 하상구조는 모래(sand)가 매우 풍부하였으며, 수심은 25~164㎝이었고 평균 68㎝로 다소 깊었으며, 유속이 0.21±0.26(0.16~0.43)m/sec로 느렸다. 암수 성비는 1 : 0.99이었다. 전장빈도분포도에 따른 연령은 여름(6-7월)기준으로 50mm 미만(29.4~49mm)은 만1년생, 50~69mm은 만 2년생, 70~89mm은 만 3년생, 90mm 이상은 만 4년생으로 추정되었다. 생식가능 전장의 크기는 암컷과 수컷 모두 40mm 이상 되면 성적 성숙이 이루어졌다. 산란시기는 7월에서 8월(산란성기 8월)이었며 수온은 23.8~25.4℃이었다. 포란수는 평균 1,395(648~2,201)개 이었고 성숙란은 노란색 구형으로 직경이 0.67±0.24(0.62~0.83)mm이었다. 먹이생물은 부착조류(Attached algae), 동물플랑크톤(Zooplankton), 수서곤충(Aquatic insects), 연체동물(Mullusca) 등이었다. 식성은 잡식성이었으나 섭취한 먹이의 양이 95% 이상은 부착조류로 식물성 먹이를 섭취하고 있었다. 점몰개의 크기가 클수록 동물성 먹이인 수서곤충을 섭식하는 양과 섭식 빈도가 증가하였으며 수서곤충을 섭식한 개체는 식물성 먹이를 거의 섭취하지 않았다.

KCI등재

4국립공원 내 일본잎갈나무림의 식생구조

저자 : 최송현 ( Song-hyun Choi ) , 이상훈 ( Sang-hoon Lee ) , 신용진 ( Yong-jin Shin ) , 조우 ( Woo Cho ) , 이명훈 ( Myung-hoon Lee ) , 김정호 ( Jeong-ho Kim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5권 6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609-620 (1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우리나라 국립공원 내 조림지 비율이 높은 6개 국립공원을 대상으로 일본잎갈나무림의 식생구조를 분석하고자 일본 잎갈나무가 우점하는 지역을 대상으로 우점비율, 흉고직경, 조림지역 등을 고려하여 조사구를 설정하였다. 이에 본 연구는 조림지 비율이 높은 국립공원을 대상으로 조림지중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하고 있는 일본잎갈나무림의 식생구조를 분석하고, 식생유형구분을 통해 선정된 6개 국립공원의 일본잎갈나무림의 생물다양성 증진을 위한 생태적관리의 기초자료 제공을 목적으로 수행하였다. 조사구는 방형구 400㎡를 기준으로 총 51개소를 설정하였다. 군락분류는 TWINSPAN을 활용하였으며 분류된 군락별로 상대우점치, 종다양도, 종수 및 개체수 등을 분석하였다. 군락분류 결과 총 7개 군락으로 구분되었으며 7개 군락 모두 교목층에서 일본잎갈나무가 우점하는 군락으로서 아교목층과 관목층의 출현수종에 의해 구분되었다. 군락 Ⅰ, Ⅱ, Ⅶ은 계곡부에 위치하며 교목층에 일본잎갈나무가 우점하면서 느티나무, 산뽕나무, 물푸레나무 등이 출현하였고 아교목층에서 물푸레나무, 산뽕나무 등의 습지성 낙엽활엽수종들의 출현빈도가 높았다. 군락 Ⅲ~Ⅵ은 사면부에 위치하며 교목층을 중심으로 일본잎갈나무가 우점하면서 신갈나무와 상수리나무 등의 참나무류가 주요 출현수종이었으며 아교목층과 관목층에서는 교목성상의 참나무류와 습지성 낙엽활엽수종들의 출현빈도가 높았다. 6개 국립공원 일본잎갈나무림의 평균 종다양도는 1.2090으로 군락 Ⅲ이 1.5413으로 가장 높았고 군락 Ⅵ이 0.7042로 가장 낮았다. 평균 종수와 개체수는 9.35±2.90종, 226.05±89.98개체였다.

KCI등재

5붉가시나무의 종실 생산량 및 형질특성 - 전라남도 완도, 진도, 해남을 중심으로 -

저자 : 김소담 ( Sodam Kim ) , 박인협 ( In-hyeop Park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5권 6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621-631 (1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전남지역의 완도, 진도, 해남을 대상으로 난대상록활엽수림 복원 시 붉가시나무 종실 공급과 묘목 양성에 대한 정보 필요성에 따라 붉가시나무의 종실 생산량 및 종실 형질 특성을 조사 분석하였다. 조사 분석을 위해 표면적 1㎡의 종자 트랩을 10개(완도 8개, 해남 1개, 진도 1개) 방형구에 방형구 당 3개씩 총 30개를 설치하였다. 2013년부터 2016년까지 매년 8월에서 12월까지 매월 말 종자 트랩 내로 낙하한 종실을 수거하였으며, 낙하 종실을 수거해 건전, 충해, 부후, 쭉정이 등으로 구분 후 종실 생산량을 산정하였다. 건전 종실의 경우 각두를 제거한 종실의 길이, 지름, 무게 등 종실 형질을 측정하였다. 조사한 종실 생산량 및 종실 형질은 연별, 임분별, 월별, 처리구별 등을 연평균 값 비교분석을 위해 Duncan의 다중검정 등을 실시하였다. 각 방형구 내 종자 트랩 낙하 종실량은 2013년에 5~350립/3㎡, 2014년에 17~551립/3㎡, 2015년에 5~454립/3㎡, 2016년에 14~705립/3㎡로 방형구 간에 차이가 큰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는 방형구내 임목 밀도 등으로 인한 수광량의 유입차로 추정진다. 전체 연도별 종실 생산량을 ha당 산정한 결과 각각 2013년에 335,000립, 2014년에 932,000립, 2015년에 556,000립, 2016년에 1,037,000립이었으며, 2년을 주기로 다소 차이가 나타났다. 종실 생산량 증감은 임분 간 동시성을 보여 붉가시나무는 임목 개체 간 결실 풍흉 및 결실 시기의 주기성이 뚜렷한 것으로 판단된다. 9월에 가장 많은 종실이 낙하하였으나 충해종실의 피해 또한 많은 것으로 나타나 종실의 조기 낙하를 방제한다면 결실 기간을 높여 충실 종실의 대량생산이 가능할 것으로 판단된다. 지역별 연평균 종실 길이의 경우 유의성이 없었으며, 종실 지름과 종실 무게의 경우 해남 종실이 완도, 진도 종실에 비해 유의적으로 평균값이 높게 나타났다. 월별 연평균 종실 형질은 유의적 차이는 보이지 않았으며, 11월의 연평균 종실 길이, 지름, 무게가 각각 19.72㎜, 12.23㎜, 1.64g으로 8월~11월 중 최대치를 보였다.

KCI등재

6충북 민주지산 물들메나무 분포 및 군락구조 특성

저자 : 최동석 ( Dong-suk Choi ) , 안지영 ( Ji-young An ) , 오충현 ( Choong-hyeon Oh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5권 6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632-643 (1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충청북도 민주지산의 물들메나무 분포 및 식물군락구조 특성을 밝히고자 시행되었다. 민주지산 내 8개의 조사구(단위면적 400㎡)를 설치하여 물들메나무 우점군락을 조사하였다. 상대우점치는 8개 군락 모두 물들메나무(35.19%; 26.07~42.74%)가 우점하고 있어 지속적으로 세력을 유지할 것으로 판단된다. 흉고직경급별 분석 결과 물들메나무는 2~43㎝까지 비교적 다양한 직경급으로 생육하고 있으며, 개체수가 많아 교란이나 급격한 환경의 변화가 발생하지 않는다면 지속적으로 세력을 유지할 것으로 판단된다. 종다양도(H')는 0.8498~1.0261, 균재도(J')는 0.8160~0.9256, 우점도(D)는 0.0789~0.1840, 최대종다양도(H'max)는 1.0414~1.2041로 분석되었다. 물들메나무의 연륜 및 생장량 분석 결과 평균 29.1년(22~58년)의 수령을 보였으며, 연평균 생장량은 군락 G가 5.84㎜로 가장 높았으며, 군락 B가 2.80㎜로 가장 낮았다. 유사도 분석 결과 군락 B와 E, 군락 C와 F, H 간의 유사도지수가 69.0%로 가장 높았으며, 군락 E와 F 간의 유사도지수가 29.6%로 가장 낮았다. 연구대상인 물들메나무군락지는 분포지가 매우 협소하고, 개체군 크기가 작아 산림유전자원보호지역으로 보전하는 것이 필요하다.

KCI등재

7한국 서울 식생의 번성자로서 팥배나무의 형질 변화 양상

저자 : 정성희 ( Song-hie Jung ) , 조용찬 ( Yong-chan Cho ) , 이창석 ( Chang-seok Lee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5권 6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644-658 (1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도시 생태계에서 우점 수종의 형질 특성은 분획화 및 고립된 식생, 그리고 생물상호작용 감소 등 환경 변화에 대한 종의 형질 적응과 생태계 기능에 대한 통찰력을 제공한다. 우리는 한국의 서울 중심에서 남쪽 방향의 4개 산지에서 환경 요인 (지리, 기상 및 토양 속성)을 포함하여 모두 40개체 팥배나무 (Sorbus alnifolia)에서 측정한 4개 유형의 잎 형질 (Leaf area, Specific leaf area, Leaf dry mass content, Leaf shape index)과 7개 유형의 번식 형질 (Fruit width, Fruit length, Fruit shape, Fruit dry weight, Fruit dry matter content, Seed weight 및 Seed ratio)의 평균과 분산 양상, 그리고 형질 조합에 대한 다변량 분석을 실시하였다. 측정된 환경 요인은 조사 장소의 개별성을 나타내었지만, 도심 식생이 더 건조하고 생장도일이 길었다. 도심에서 팥배나무의 잎은 작고 무거워지며, 열매는 길쭉하고 가벼운 종자를 생산하여, 오랜 도시화 영향에 따른 형질 반응들이 관찰되었다. 우리의 연구는 식생 파편화 및 고립화에 따른 생물 상호작용 감소를 나타내는 도심 환경에서 팥배나무 집단의 성장 및 번식 기제의 변화를 확인하였다. 우리는 축소된 생물 상호작용 규모, 그리고 대기 오염 같은 부정적 환경 요인이 많은 도시에서 핵심 수종의 기능과 지속성에 관해 제한적이지만 뚜렷한 생태 정보를 제공한다.

KCI등재

8도시 열환경 개선을 위한 바람길 특성 분석 및 관리 전략 - 부산광역시를 사례로 -

저자 : 문호경 ( Ho-yeong Moon ) , 김동필 ( Dong-pil Kim ) , 권영달 ( Young-dal Gweon ) , 박현빈 ( Hyun-bin Park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5권 6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659-668 (1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부산광역시를 대상으로 열환경을 개선하기 위한 바람길 관리 방안 제안을 목적으로 한다. 이를 위해, Landsat-7 위성 열영상 자료와 공간통계 분석을 실시하여 부산광역시의 Hot spot과 Cool spot 지역 특성을 파악하였으며, WRF 기상모의를 통해 주요 바람길을 분석하였다. 그 결과, Hot spot 지역 중 열환경 개선이 요구되는 지역은 부산진구, 동래구, 연제구와 사상구 공업지역, 대규모 시설지역에는 부산항 부두로 나타났으며 주요 바람길에는 금정산~백양산~구덕산 계곡부로서 확인되었다. 이를 바탕으로 바람길 관리 전략을 제시하면 다음과 같다. 공업시설과 부산항 일대는 대기 온도 상승 요인으로서 주변 지역의 열환경을 악화시키므로 시설의 온도저감 및 바람길을 고려한 도시·건축계획이 요구된다. 바람길 관리가 필요한 지역으로 만덕동, 사직동 일대 산림에 대한 추가적인 훼손이 일어나지 않도록 하여야 하며, 산림과 인접한 지역의 대규모 고층아파트는 산림에서 생성된 차고 신선한 공기의 흐름을 방해하므로 금정산과 접해있는 제3종 일반주거지역의 신규·재개발에 따른 고층아파트 단지 조성은 지양해야 한다. 본 연구 결과는 부산광역시의 기후변화에 대응한 도시계획 및 환경계획수립 시 기초자료로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KCI등재

9도심지 겨울철 토지피복 유형별 바이오에어로졸 중 배양성 세균 분포

저자 : 김정호 ( Jeong-ho Kim ) , 윤용한 ( Yong-han Yun ) , 김학기 ( Hak-gi Kim ) , 이명훈 ( Myeong-hun Lee ) , 박영진 ( Yeong-jin Park ) , 이동재 ( Dong-jae Lee ) , 신용진 ( Yong-jin Sin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5권 6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669-678 (1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에서는 토지피복유형에 따른 바이오에어로졸 중 배양성 세균분포를 파악하기 위하여 충청북도 충주시에 위치한 3가지 유형을 대상으로 실시하였다. 토지피복에 따른 기상요소와 바이오에어로졸을 조사하여 측정지점별 미기 상변화에 따른 세균 분포를 비교·분석할 수 있었다. 측정지점별 미기상 중 기온의 차이는 도시 숲 8.7℃, 수변 녹지 10.8℃, 도심지 10.2℃로 측정지점 중 도시 숲이 가장 낮은 기온 값을 보였으며, 상대습도는 도시 숲 61.8%, 수변 녹지 59.3%, 도심지 55.7%로 도시 숲이 가장 높은 것으로 분석되었다. 동정된 세균은 43속 99종으로 나타났다. 배양된 세균의 종 다양성 측면에서는 수변녹지 22속, 도시 숲 21속, 도심지 17속으로 조사되었으며, 종수의 경우 수변녹지 37종, 도심지 31종, 도시 숲 31종으로 나타났다. 3가지 유형의 측정지에 모두 존재하는 종은 Bacillus toyonensis와 Pseudarthrobacter oxydan으로 나타났으며, 또한 도시 숲과 수변녹지와 같은 녹지지역에서 존재하는 Herbiconiux flava종을 확인하였다. 측정지점별 미기상환경에 따른 세균농도의 변화를 분석한 결과 도시 숲 333CFU/㎥, 수변 녹지 287CFU/㎥, 도심지 173CFU/㎥ 순으로 나타났으며, 미기상 중 기온변화에 따른 측정지점별 농도변화는 미비하였다. 그러나 상대습도와 풍속은 농도변화와 유사한 경향을 보인 것으로 분석되었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토지피복유형에 따른 바이오에어로졸 중 배양성 세균의 분포 정도를 파악하여 측정지점별 바이오에어로졸의 특성을 비교·분석하여 추후 건강한 도시 관리 및 녹지조성의 기초자료를 제공하고자 하였다.

1
발행기관 최신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발행기관 최신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