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문 상세보기

한국중문학회> 중국문학연구> ‘한어평음정사법(漢語拼音正詞法)’의 시행과 ‘일어쌍문제(一語雙文制)’

KCI등재

‘한어평음정사법(漢語拼音正詞法)’의 시행과 ‘일어쌍문제(一語雙文制)’

김상원
  • : 한국중문학회
  • : 중국문학연구 85권0호
  • : 연속간행물
  • : 2021년 11월
  • : 249-276(28pages)
중국문학연구

DOI

10.31985/JCL.85.10


목차

Ⅰ. 들어가는 글
Ⅱ. 한어병음 체계의 정비
Ⅲ. 漢語拼音 正詞法과 ‘一語雙文制’의 미래
Ⅳ. 나오는 글

키워드 보기


초록 보기

본고에서는 <한어병음방안>이 <한어병음문자방안>으로 나아가는 데 있어서 한어병음 정사법의 제정이 갖는 의의를 살펴보았다. 그리고 한어병음 정사법의 변화 추이에 대한 분석을 통해 안정적인 정착 방안과 ‘一語雙文制’ 도입에 필요한 요건들을 점검해보았다.
<한어병음 정사법 기본 규칙>은 한어를 병음으로 표기할 때의 공식 규범으로서 <한어병음방안>의 병음체계를 크게 개선시켜 주었다. 그리고 명실상부한 ‘한어’ 병음방안으로서 한자에 버금가는 독립적인 ‘문자’ 방안으로서의 면모와 위상을 강화해 나갈 수 있는 중요한 토대를 마련해 주었다. 그것은 제정 이후 2차례의 수정과 보완이 이루어졌는데 기본 원칙과 내용은 대동소이하다. 하지만 전체적인 체재와 구성은 점점 더 체계화되고 완성도도 높아지고 있으며, 규칙을 점점 더 유연하게 적용해 나가는 추이를 보인다.
한어병음 정사법의 완성을 위해서는 실천적 경험과 사례의 축적이 필수적이다. 이를 위해서는 한어병음 글쓰기를 생활화하고 그 속에서 발생하는 원칙과 현실, 이론과 실천 사이의 모순을 해소해 나가야 한다. 그리고 시대의 변화에 따라 새롭게 조성되는 언어 환경과 글쓰기 방식에 유연하게 대응해 나가야 한다.
<한어병음방안>은 한자의 대체 표기 수단으로서 다양한 분야에서 적지 않은 성과를 거두었다. 하지만 여전히 공식문자로서의 지위를 획득하지 못했을 뿐만 아니라 그 것으로 쓴 공식적인 문서자료와 문학작품도 거의 없다. 한어병음이 독립적인 문자로 자리잡고 ‘一語雙文制’를 도입하기 위해서는 한어병음 정사법을 활용하여 한어병음의 독립성을 강화하는 동시에 한어병음 글쓰기를 확산시켜 나갈 필요가 있다.
This study is about the meaning of legislating ‘Chinese phonetic alphabet orthography’ in the process of developing < scheme for Chinese phonetic alphabet > to < alphabet orthography >. And by doing an analysis about the recent changes of Chinese phonetic alphabet orthography, I investigated how to settle the system stable and what are essential factors to adopt ‘Digraphia’ into real life.
< Basic rules of Chinese phonetic alphabet orthography > improved Chinese phonetic alphabet orthography a lot as a standard in writing a Chinese character into Pinyin. In addition, it laid an important foundation for strengthening its aspect and status as an independent ‘text’ method compared to Chinese character. By modifying the system twice, it became more organized, more complete, and more flexible, but not changing the original principle. To make a perfect Chinese phonetic alphabet orthography, it is essential to accumulate practical experiences and examples, and resolve the contradictions between the principle and reality that arise. Flexible responding to the newly created language environment and writing methods is also necessary.
< Scheme for Chinese phonetic alphabet > has achieved considerable results in various fields as an alternative notation for Chinese characters. But it still has not acquired its status as an official letter, and there are just a few official documents written in it. To make a ‘Chinese phonetic alphabet’ as an independent character and adopt ‘Digraphia’, we need to strengthen the independence of ‘Chinese phonetic alphabet’ and spread ‘Chinese phonetic alphabet writing culture’ at the same time, by using the Chinese phonetic alphabet orthography.

UCI(KEPA)

I410-ECN-0102-2022-800-000970298

간행물정보

  • : 어문학분야  > 중어중문학
  • : KCI등재
  • :
  • : 계간
  • : 1226-6698
  • : 2733-8630
  • : 학술지
  • : 연속간행물
  • : 1983-2022
  • : 1149


저작권 안내

한국학술정보㈜의 모든 학술 자료는 각 학회 및 기관과 저작권 계약을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이에 본 자료를 상업적 이용, 무단 배포 등 불법적으로 이용할 시에는 저작권법 및 관계법령에 따른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86권0호(2022년 02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송대(宋代) 문인(文人)의 문구벽(文具癖) ― 먹과 벼루를 중심으로

저자 : 安芮璿

발행기관 : 한국중문학회 간행물 : 중국문학연구 86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25 (2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논문은 송대 문인의 문구 수집 문화를 고찰한 것이다. 송대 이전, 종이·붓·벼루·먹을 소재로 한 문학작품은 수량이 많지 않았고 내용도 기록의 도구라는 점에 집중되었다. 문구는 감상의 용도가 아닌 실용품이었고 수집은 거의 없었다. 수집이 가능할 정도의 소비 규모와 시장이 형성되지 않았으며 품질도 감상과 품평을 할 수준에 도달하지 못했기 때문일 것이다. 송대에 이르러 수공업의 발달로 다양한 제품이 유통되면서 문인은 문구를 예술품처럼 감상하고 품평하기 시작했다. 이 논문은 벼루와 먹의 감상과 품평이 문인의 일상, 교류에 가져온 변화를 중심으로 고찰하였다. 첫째, 문구에 대한 애착과 수집의 정도가 '癖'이라 표현할 만큼 강했다는 것이다. 둘째, 장인의 이름이 상표처럼 사용되기 시작하면서 명품 인식이 형성되었다. 셋째, 문구는 문인 사이 교류의 중요한 매개가 되었다. 그리고 문인은 장인의 기술을 인정하였으며 그들과 교류하고 협업하였다. 문인은 문구의 감상과 품평을 '우리'만의 즐거움이자 '병(病)'으로 표현하였다. 이는 문구에 대한 애착을 문인만의 특별함으로 간주했음을 의미하며, 이러한 인식으로 인해 문구는 점차 '고상한 문인'의 표상으로 자리 잡게 되었다.


This paper examines the aesthetic appreciation and collection of stationery of the Song Dynasty literati. Prior to this era, there had been only a few literary works which had explicitly affirmed items such as paper, writing brushes, inkstones and ink sticks, and they had mainly focused on their use as tools of transcription. Stationery had not been seen as something that could be appreciated aesthetically, in itself, but rather as merely practical, and had therefore rarely been collected. This may be both because the use of stationery was not widespread enough to make it easily collectible, and its quality had not reached a level that made it worth evaluating and appreciating aesthetically. However, in the Song Dynasty, with the development of the handicraft industry and the resultant increase in the distribution of various stationery products, writers began to assess such items as they would art works. This paper focuses on changes in the daily lives of writers and in the exchanges between them caused by this new focus on inkstones and ink sticks. The findings of this study can be summarized as follows. First, the degree of the Song literati's fascination with stationery was strong enough to be described as an obsession. Second, the names of the craftsmen who made this stationery functioned as trademarks on these objects, and the perception arose of a hierarchy among items of stationery, with some being viewed as masterpieces. As a result of recognizing these skills, writers began to engage in exchanges with craftsmen, and to collaborate with them. Third, stationery became an important medium of exchange between writers. They described their appreciation and evaluation of such items as a source of joy and an “obsession” that was exclusive to them. This demonstrates that they regarded their affection for stationery as a special characteristic that was limited to them, and this perception positioned stationery as a symbol of the sophistication of the literati.

KCI등재

2조선시대 劉向《說苑》의 인식과 활용

저자 : 권아린

발행기관 : 한국중문학회 간행물 : 중국문학연구 86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27-50 (2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漢 劉向이 편찬한 《說苑》에 대해 연구하던 중 흥미로운 사실을 알게 되었다. 일찍이 신라시대에 유입되었을 가능성이 높다는 것이었다. 이후 조선시대의 문헌에 인용된 《說苑》의 내용을 살펴보니 정식으로 출판되었을 뿐 아니라 서울과 지방 관청의 벽에 게시하여 참고토록 하였고, 외전과 승정원에 붙여놓고 수시로 참고한 기록을 찾게 되었다. 이러한 기록들은 《說苑》이 조선시대에 다양한 방면에서 활용되고 있었음을 보여주었기에 당시의 지식인들은 《說苑》을 어떻게 인식하고 어떠한 양상으로 받아들이게 된 것인지 궁금해졌다. 그런데 그동안의 《說苑》연구는 출판 현황과 판본 등 문헌학적 논의에 집중되어 있어 조선시대 《說苑》의 구체적인 수용 의미와 영향관계를 파악하기 어려웠다. 따라서 조선시대 문헌에 인용된 《說苑》의 내용을 분석하여 조선시대의 지식인들은 《說苑》을 어떻게 인식하고 있는지, 《說苑》이 적극 활용될 수 있었던 배경은 무엇인지 고찰하였다.


While studying 《說苑》compiled by Han Dynasty 劉向, I discovered an interesting fact. It was highly likely that it had been introduced into the Silla period earlier. Later, the contents of 《說苑》cited in the Joseon Dynasty literature were examined. It was also politically referenced during the Goryeo Dynasty. In the Joseon Dynasty, it was further officially published. Also, during the Joseon Dynasty, it was quoted and used in various fields. Therefore, the intellectuals of the Joseon Dynasty became curious about how they perceived and utilized 《說苑》. If we summarize these cases, we can look at the influence and acceptance process of 《說苑》. In order to achieve the purpose of this study, first, 37 cases cited in the 《Annals of the Joseon Dynasty》were extracted and organized. and then 118 were calculated from the classical translation. Through the research subjects calculated in this way, the research was conducted in the following three areas.
First, the types of use of 《說苑》cited in the Joseon Dynasty literature were divided.
Second, the use of 《說苑》was analyzed.
Third, the characteristics of 《說苑》that could be actively utilized were derived.
When we summarized the types of use of 《說苑》, it was most often used as a reference for cultivation of customs, followed by a means of drawing out the boundaries of the magistrates and as a standard of testimony.
What could be known through the type of application is as follows.
First of all, the Joseon Dynasty was actively accepted in the process of establishing Zhuzixue(朱子學).
Second, it seems to have paid attention not only to the political content but also to the practical nature of 《說苑》.
Third, as the status of 《說苑》increased after the middle of Joseon Dynasty, it was used in various ways.
Through this study, the foundation for a closer examination of the political and ideological acceptance of 《說苑》was laid.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문은 현재 규장각에 소장되어 있는 3종의 중국본 명대 시집의 문헌가치를 검토하고자 하는 시도이다. 연구 대상인 3종의 고서는 《魯郡伯明吾先生詩稿》(奎中4426), 《少鵠詩稿》(奎中3835), 《會稽懷古詩》(奎中3830)이다. 현재까지 이 3종의 고서에 대해 국내외 학계에서는 별반 연구가 진행되지 않고 있다. 본문은 먼저 3종 고서에 대해 개별적으로 서지사항, 저자, 체례와 내용, 판본과 문헌가치 등을 검토하고자 한다. 그리고 餘論 부분에서 이 3종의 서적에서 도출된 문헌가치를 종합적으로 살펴보고자 한다. 본 연구를 통해 필자는 규장각에 소장되어 있는 중국본 중국 고서에 대한 연구의 필요성을 다시 한번 제기하고자 한다. 동시에 연구 방법에 있어서도 일정한 전환이 있어야 규장각 소장 중국본 중국고서의 학술적 가치를 보다 더 명확하게 도출할 수 있음을 설명하고자 한다.


This article is an attempt to review the literature value of the three Chinese editions of Ming Dynasty poetry collections currently in the collection of Kyujanggak. Three kinds of ancient books to be studied are 《Lujunbomingwuxianshangshigao》(奎중4426), 《Shaogushigao》(奎中3835-v.1-4), 《Kuaijihuaigushi》(奎中3830). So far, no research has been conducted on these three types of ancient books in domestic and foreign academic circles. First of all, this article intends to review the bibliography, author, style and content, edition and literature value of each of the three types of ancient books individually. And I would like to comprehensively examine the literature value derived from these three types of books. Through this study, I would like to once again raise the need for a study on the Chinese ancient books in Gyujanggak. At the same time, we must explain that there is a constant conversion in the study method, so that it is possible to accurately derive the academic value of the Chinese station.

KCI등재

4巴金소설 <團圓>과의 서사비교를 통한 영화 《英雄兒女》의 이데올로기 탐색 ― 등장인물의 비중변화를 중심으로

저자 : 조영경

발행기관 : 한국중문학회 간행물 : 중국문학연구 86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75-99 (2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영웅아녀》는 바진의 소설 <단원>을 각색한 영화로, 1960년대 초 중국 영화를 둘러싼 대중문예의 특징과 성격을 살피기에 적합한 작품이다. 본고는 등장인물의 비중 변화를 중심으로 <단원>과 《영웅아녀》사이에 나타나는 차이점은 무엇이고 그 차이점은 사회·정치적 이데올로기와 어떠한 연관성을 갖는지를 중점적으로 살펴보았다.
바진은 중국 전역에서의 '항미원조 운동'의 영향을 받아 북한 전쟁터를 방문하여 전쟁을 소재로 한 소설을 썼고, 그 작품들 중 하나인 <단원>은 군대에서 벌어지는 군사들의 생활과 가족의 헤어짐 및 만남을 그린 이야기다. <단원>은 중국 문예계를 지배한 화두였던 '국가'와 '이념'에 걸맞은 작품이라는 평가를 받으며 영화 《영웅아녀》로 각색되었다.
<단원>과 《영웅아녀》의 차이점은 크게 2가지로, 줄거리의 변화와 등장인물의 비중 및 묘사의 차이로 나눌 수 있다. 줄거리를 살펴보면 《영웅아녀》는 충성스러운 군인의 각오와 혁명을 강조하기 위해 왕청이 희생하는 사건을 확대하면서, <단원>의 주제라고도 할 수 있는 전쟁 속 가족의 재회라는 사건을 축소하였다. 또한 <단원>에서 평범한 군인에 불과했던 왕청이 《영웅아녀》에서 그 비중이 매우 커지면서, <단원>의 주인공이었던 왕팡은 왕청의 영웅화에 동조하는 조연으로 비중이 크게 감소한다. 이는 인물을 혁명에 걸맞은 정치적 이데올로기에 부합하도록 하여 인민에게 광범위한 도덕적 영웅주의와 희생을 강조하던 시대성을 내포하고자 한 것이다. 그밖에 《영웅아녀》는 <단원>과 달리 집단, 국가를 중시하면서 개인의 감정을 철저히 거부하는 양상을 보인다.
<단원>은 1949년 이후 발표된 많은 소설과는 차별성을 가진, 전쟁을 배경으로 가 족애를 다룬 작품이다. 하지만 이를 각색한 영화 《영웅아녀》는 엄격한 규범과 각종 제한 하에 당시의 이데올로기를 충실히 반영한 영화로, 왕청의 전투와 희생을 강조하며 영웅의 수난과 치하를 과장했지만 당시의 대중문예와 마찬가지로 당의 의지를 완벽하게 이상화하기 위한 또 하나의 전형일 뿐이었다.


Heroic Sons and Daughters is a movie adapted from Bajin's novel Reunite, it is suitable for examining the characteristics and those of popular literature surrounding Chinese films in the early 1960s. I focused on the change in the proportion of the characters, differences between Reunite and Heroic Sons and Daughters and how they relate to the social and political ideology.
Bajin visited North Korea's battlefield and wrote a war-themed novel under the influence of the “Resist US Aggression and Aid Korea Movement” throughout China and One of the works, Reunite is a story about the lives of soldiers in the military, the separation and the meeting of their families. It was adapted into a film, considered worthy of the “national” and “principle” that dominated the Chinese literary world.
There are two main differences between Reunite and Heroic Sons and Daughters, which can be divided into the difference between the plot change and the weight and description of the characters. If you look at the plot, Heroic Sons and Daughters expanded the sacrifice of Wang Cheng to emphasize the determination and revolution of loyal soldiers, it reduced the case of family reunions during the war, which can be considered as the subject of Reunite. In addition, just an ordinary soldier, Wang Cheng in Reunite becomes very popular in Heroic Sons and Daughters, the main character of Reunite Wang Fang becomes a supporting actor who sympathizes with Wang Cheng's heroization. This intends to imply the times that emphasized a wide range of moral heroism and sacrifice to the people by conforming to the political ideology worthy of the revolution. In addition, unlike Reunite, Heroic Sons and Daughters shows a pattern of thoroughly rejecting individual emotions while placing importance on groups and countries.
Reunite is a family love story set in war, different from many novels published since 1949. But the adapted movie, Heroic Sons and Daughters, faithfully reflects the ideology of the time under strict standards and restrictions. It exaggerated the hardships and tributes of heroes, emphasizing the battle and sacrifice of Wang Cheng, but like popular literature at the time, it was only another epitome to completely idealize the will of the party.

KCI등재

5영화 《나의 EX》의 젠더 수행성과 이데올로기

저자 : 이병민

발행기관 : 한국중문학회 간행물 : 중국문학연구 86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01-127 (2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사회화된 젠더 역할은 다른 시대 문화에서도 혹은 한 시대 한 사회에서도, 고정되거나 일관되지 않다. 사람들의 젠더 정체성이 항상 사회 규범과 일치하는 것도 아니다. 핵심적인 것은, 젠더는 '수행성'을 지닌다는 점이다. 젠더의 내적 본질이라고 여기는 것이 일련의 지속적인 행동을 통해 만들어지며, 젠더화된 몸의 양식화를 통해 그 위치가 정해진다는 것을 의미한다. 즉, 젠더는 한 개인이 사회와의 교섭 속에서 자신의 몸과 내면에서 체화하며 반복하는 행동을 통해 표출되고, 그 천착의 과정 속에서 정해진다. 또 이러한 일련의 과정을 통해 젠더는 변화 가능하다.
쏭쩡위안은 아제가 엄마에게 쏭쩡위안과의 관계에 대해 말하고 솔직하게 말하고 싶다고 하자, “솔직하게 말하면 어머니가 상처받으실 거야.”라며 만류한다. 그야말로 훗날 자신의 젠더 정체성을 부정하고 류싼롄과 결혼한 쏭쩡위안다운 대답이기도 하다. “가족을 힘들게 안 하고, 걱정 안 시키는 게 바로 우리의 책임이니까.”라고 하면서 이성애 규범에 얽매여 있을 가족이 상처받을 것이라 여기고 미리 알아서 배려할 뿐이다. 쏭청시는 동성애 젠더에 대한 편견은 없어 보인다. 그렇지 않고서는 엄마가 싫더라도 아제에게 와서 묵을 수는 없는 노릇이기 때문이다. 쏭청시에게 중요한 건 정체성이 아니라 함께 안주할 수 있는 관계성이었고, 그의 이런 젠더 다양성을 존중하는 중립적인 입장은 그가 이 영화의 나레이터로서 적절한 자격을 갖추고 있음을 재차 확인시켜준다. 아제는 배우들 출연료도 제대로 주지 못하는 상황에서 동료 배우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고자, 보험금을 내놓으라며 류싼롄이 찾아온 것을 역이용하여, 자신이 탈 보험금이 있다는 것을 잘 알겠냐며 오히려 큰소리를 치는 방편으로 이용하는 허세도 부리고 강압적으로 군림하는, '남자다움을 과시하는'(macho) 남성성을 지닌 사람이기도 하다.
류싼롄은 남편 쏭쩡위안과의 부부 사이의 문제가 순전히 섹슈얼리티 관계의 결핍으로 인한 것으로 여기고 남편을 유혹하는 자태를 취하면서 멀어진 관계를 성급히 봉합하고자 한다. 즉 그는 서로 본질적인 정서적·심리적인 괴리가 있는지에 대해서는 거의 깨닫지 못하는 '둔감한' 여성으로서 재현된다. 사실 류싼롄은 중학생 아들을 둔 젊은 '여성'임에도 불구하고 여성 섹슈얼리티가 제거된 '모성'만을 지닌 여성으로 형상화된다. 아제와 배우들, 그리고 스텝들이 협업하여 경제적 어려움을 극복하고 올린 연극 공연은 그다지 세련되지 못하고 조잡해 보이기까지 하다. 그렇지만, 또 그렇기 때문에 현실적이다(realistic). 아울러 이 장면을 포함한 연극이 끝나고 난 후 아제의 어머니가 꽃을 가져온 시퀀스는, 이 연극이 모두의 갈등을 정화(catharsis)시키는 제의적(ritual) 성격을 지녔음을 일깨워준다. 아제가 지닌 아픔에 공감하며 그의 연극 공연을 관람하는 것으로 마음의 응어리를 해소하며 관객들은 문화적 상호작용을 통해 화해하게 되고 연대와 상호 지지의 순간을 맞이한 것이다.


Socialized gender roles are not fixed or consistent in different cultures or in one society in one era. People's gender identity is not always consistent with social norms. The key thing is that gender has 'Performativity'. It means that what is regarded as the inner essence of gender is created through a series of continuous actions, and its position is determined through the stylization of the genderized body. In other words, gender is expressed through actions that an individual embodies and repeats within his or her body and inside in negotiations with society, is determined in the process of its attachment, and can be changed through this series of processes.
When Ajie tells his mother about her relationship with Sunzhengyuan and wants to tell her honestly, Sunzhengyuan dissuaded her, saying, “To be honest, your mother will be hurt”. It is also a Sunzhengyuan-like answer that denies his gender identity in the future and marries LiuSanlian. “It's our responsibility not to make our family suffer and not worry”, he said, thinking that the family, who would be bound by the norms of heterosexuality, will be hurt, and he only takes care of them in advance. SunCheongxi seems to have no prejudice against homosexual gender. Otherwise, even if you don't like your mother, you can't come to Aje and stay. What was important to SunCheongxi was not identity, but a relationship where he could settle down together, and his neutral position of respecting gender diversity reaffirms that he is appropriately qualified as a narrator of the film. Ajie is also a “macho masculine” person who uses LiuSanlian's visit to relieve the anxiety of fellow actors when he can't even pay the actors properly, saying, “You know well that he has insurance money”, and uses it as a way to forcefully.
LiuSanlian considers the marital problem with her husband Sun Zhengyuan purely due to a lack of sexuality, tries to quickly close the distant relationship by seducing her husband, and is reproduced as a “dumb” woman who hardly realizes whether there is an essential emotional and psychological gap. In fact, despite being a young “woman” with a middle school son, LiuSanlian is embodied as a woman with only “motherhood” removed from female sexuality. The theatrical performances that Ajie, actors, and staff collaborated to overcome economic difficulties are not very sophisticated and even look crude, but that is why they are realistic. In addition, the sequence in which Ajie's mother brought flowers after the play, including this scene, reminds us that the play has a ritual character that purifies everyone's conflict. By sympathizing with Ajie's pain and watching his theatrical performance, the audience reconciled through cultural interaction and faced a moment of solidarity and mutual support.

KCI등재

6《你呢貴姓》<千字文> 齒音 聲母 小考

저자 : 류정정 , 김은희 , 김서영 , 안영실 , 이길경

발행기관 : 한국중문학회 간행물 : 중국문학연구 86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29-160 (3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你呢貴姓》은 조선 후기에 편찬된 중국어 무역 회화 학습서이다. 《你呢貴姓》은 訓民正音으로 해당 방언의 실제 어음을 轉寫하고 있어 당시 동북 방언의 어음을 연구하는데 중요한 자료이다.
본고는 《你呢貴姓》에 반영된 齒音 성모를 중심으로 譯音에서의 표기특징을 면밀하게 고찰하였다.
동북 방언의 가장 두드러지는 음운 특징으로 권설음과 평설음의 혼용을 예로 들 수 있는데, 이러한 음운 현상을 《你呢貴姓》의 譯音 표기를 통해 엿볼 수 있었다. 당시 동북 방언에서 普通話의 권설음으로 발음되는 대부분의 漢字들이 평설음으로 발음되었던 것으로 추정된다.


《NiNiGwiSeong》is a Chinese business conversation textbook published in the late Joseon Dynasty. 《NiNiGwiSeong》is an important resource for studying the pronunciation of the dialect at the time by transcripting the actual dialects of the corresponding dialect one by one with Hunminjeongeum.
This study sheds light on the phonological system of the Northeast dialect at the time reflected in the 《NiNiGwiSeong》, and carefully examines the characteristics of the notation in transliteration. This study are conducted focusing on the initial dental consonants, which are most closely related to the phonological characteristics of the Northeast dialect.
The salient phonological features of the Northeast dialect is the mixing of retroflex consonants and Blade-alveolars. We found that the most Mandarin retroflex consonants were pronounced as Blade-alveolars in the 《NiNiGwiSeong》.

KCI등재

7漢字·漢語 敎學方案 연구Ⅲ ― 상용한자 不, 人, 有를 대상으로

저자 : 여병창

발행기관 : 한국중문학회 간행물 : 중국문학연구 86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61-182 (2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고는 필자의 “漢字·漢語” 教學方案에 관한 세 번째 연구로, '韓中常用漢字' 중 사용 빈도가 가장 높은 不, 人, 有 3개의 한자를 대상으로 한다.
연구의 과정 및 내용은 대략 다음 두 단계이다.
첫째, 상용한자의 形·音·義 분석을 통한 '漢字' 敎學方案 모색; 둘째, 3개 한자를 포함하는 한·중 상용어휘의 形·音·義 비교를 통한 '語彙' 敎學方案 모색, 나아가 이를 바탕으로 이후 일관된 틀과 방식으로 양국 모두에서 빈도순이 높으며 동시에 HSK 각 급수 한자에 포함되는 한자로부터 시작하여 기타 '韓中常用漢字'에 대한 연구를 진행함으로써 '漢字·漢語 敎學' 교재와 온라인 콘텐츠 개발을 위한 기초자료 및 데이터를 구축하고자 한다.
본고의 연구 성과는 크게 다음 두 방면의 교수 방안으로 요약할 수 있다.
우선 不, 人, 有 각 한자의 형·음·의 분석을 통한 '漢字' 敎學方案 방면의 성과는 다음 세 가지이다.
첫째, 각 한자의 자형 분석을 통해 한자의 회화적 특성과 制字 원리에 대한 이해를 활용한 한자 교학방안을 제시하였다.
둘째, 각 한자의 한·중 어음 비교분석을 통해 한자의 한국어 발음과 현대 중국어 표준어 발음 사이의 관계 및 관련 어음 변화 규칙을 이용한 현대 중국어 한자의 어음 교학방안을 제시하였다.
셋째, 각 한자의 본의 및 파생의미 등 의미 분석을 통해 중국어 어휘 학습의 기초를 다질 수 있는 한자 의미 교학방안을 제시하였다.
다음으로, 상용 어휘 형·음·의 분석에 기초한 중국어 어휘 교학방안으로 不, 人, 有 각 글자를 포함하면서 동시에 “新HSK詞彙大綱”에서 제시한 중국어 어휘를 표준으로 해당 한국 한자어를 비교 분석하고, 이 결과를 “비교분석표”로 작성하였다. 또 이를 기초로 한 걸음 더 나아가 중국어 어휘 교학방안의 필요성과 가능성을 모색하고 제시하였다.
이 같은 결과는 이후 지속적인 연작 연구를 통해 수정, 보완을 진행할 것이며, 최종적으로는 축적된 성과들을 모아 “漢字·漢語” 教學方案을 활용한 중국어 교재를 출간하고자 한다.


This paper is the third study on the teaching method of 'Chinese characters and language' by the author. The study targets three Chinese characters, 不, 人, 有 which are the most frequently used among Korean and Chinese commercial Chinese characters.
The process and content of the study are approximately the following two steps.
First, seeking a 'Chinese characters' teaching method through analysis of the Character, sound, and Meaning of common Chinese characters. Second, seeking a teaching method of 'vocabulary' through comparison of the Character, sound, and Meaning of Korean and Chinese commercial vocabulary, including three Chinese characters.
Furthermore, based on this, we intend to build basic materials and data for the development of Chinese and online contents by starting with Chinese characters included in each HSK class in a consistent framework and method.
The research results of this paper can be largely summarized in the following two areas of teaching.
First of all, there are three achievements in the Chinese character teaching method through the analysis of the Character, sound, and Meaning of each Chinese character 不, 人, 有.
First, through the shape analysis of each Chinese character, a Chinese character teaching method using an understanding of the pictorial characteristics of Chinese characters and the principle of character production was proposed. Second, through comparative analysis of Korean-Chinese bills in each Chinese character, the relationship between Korean pronunciation and modern Chinese standard pronunciation of Chinese characters and a bill teaching plan for modern Chinese characters using related bill change rules were presented. Third, a Chinese character semantic teaching method was proposed to lay the foundation for learning Chinese vocabulary through semantic analysis such as the intent and derivative meaning of each Chinese character.
Next, as a Chinese vocabulary teaching method based on the analysis of the Character, sound, and Meaning of commercial vocabulary, Chinese vocabulary including three Chinese characters (不, 人, 有) was compared and analyzed with Korean Chinese words presented in the “New HSK Vocabulary Overview”. And this result was made into a “comparative analysis table”. In addition, based on this, the necessity and possibility of a Chinese vocabulary teaching method were sought and presented.
These results will be revised and supplemented through continuous series research, and finally, the accumulated achievements will be collected to publish Chinese textbooks using “Chinese characters and Chinese” teaching methods.

KCI등재

8한국의 공자(孔子)아카데미 현황과 사용교재의 소고

저자 : 주강훈

발행기관 : 한국중문학회 간행물 : 중국문학연구 86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83-201 (1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2022년은 한·중 수교 30주년이 되는 해이다. 30년 동안 한·중 양국은 서로 좋은 관계를 유지하며 발전해 오고 있다. 그러나 최근 국내외에서 공자학원에 대한 비판적인 언론 보도가 잇달아 나오고 있다. 서구의 일부 국가를 중심으로 공자학원이 중국 공산당 체제와 사상을 선전하는 거점기구라며 비판하는 목소리가 커졌고, 실제로 여러 나라가 자국 내의 공자학원을 퇴출시켰다. 이에 본고는 2021년 8월을 기준으로 한국에 소재한 공자학원의 현황과 이곳에서 사용하고 있는 교재 대략 90여 종을 분석하여 공자학원에서 사용하는 교재에 대해 분석하였다. 이미 80여 종의 사용 교재의 내용 분석에 있어서는 세밀한 연구를 진행 중에 있으며, 추후 계속해서 연구 분석을 할 계획이다. 본 고는 공자학원의 전반적인 서술과 1차적 자료로 80여 종의 현재 사용되는 교재를 통한 사용분포, 사용현황 및 종류를 서술하고자 한다.


2022 next year marks the 30th anniversary of diplomatic relations between Korea and China. For 30 years, Korea and China have maintained good relationships with each other and have been developing. However, there have been a series of critical media reports about Confucius Academy at home and abroad. In some Western countries, voices have grown criticizing Confucius Academy as a base organization promoting the Chinese Communist Party system and ideas, and in fact, several countries have expelled Confucius Academy in their own country. Therefore, as of August 2021, this paper analyzed a total of 80 textbooks used by Confucius Academy in Korea and analyzed the actual condition of textbooks used by Confucius Academy. In the analysis of the contents of 80 textbooks used, it has already been mentioned through contributions in papers in other journals, and this paper attempts to describe the distribution and types of textbooks used through 80 textbooks.

KCI등재

9초급·중급 TOPIK 한자어의 비전용(非專用)·공용(共用) 조어단위를 활용한 중국어 어휘 학습에 대하여

저자 : 최금단

발행기관 : 한국중문학회 간행물 : 중국문학연구 86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203-228 (2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TOPIK 어휘에서 초급 TOPIK 한자어의 조어단위는 107개이고, 중급 TOPIK 한자어의 조어단위는 312개이다. 초급·중급 TOPIK 한자어의 전체 非專用·共用 조어단위는 121개이며, 이들 조어단위로 조어된 단어족의 어휘 종은 841개이다. 초급·중급 TOPIK 한자어에서 초급·중급 상하 등급 간 관련어가 있는 非專用 조어 단위는 69개이고, 초급·중급 상하 등급 간 共用 조어단위는 52개이다.
121개의 초급·중급 TOPIK 한자어의 非專用·共用 조어단위 중에서 52.89%를 차지하는 64개의 조어단위 한자어가 新HSK 어휘임과 동시에 《現代漢語詞典》의 표제어이다. 아울러 전체 121개의 초급·중급 TOPIK 한자어의 非專用·共用 조어 단위의 95.87%를 차지하는 116개의 조어단위 한자어가 《現代漢語詞典》의 표제어로 현용 중국어 어휘이다. 韓中 어휘의 높은 일치도에서 보여주듯이 121개 초급·중급 TOPIK 한자어의 非專用·共用 조어단위와 그 단어족 어휘에 대한 선택적, 전략적 활용은 한국어 모어 화자의 중국어 어휘 습득에 있어서 긍정 요소로 작용할 것으로 사료된다.


In the TOPIK vocabulary, there are 107 coined word units for beginner TOPIK Chinese characters and 312 for intermediate TOPIK Chinese characters. Among them, there are 121 coined word units for nonexclusive and common use, and 841 lexical species of word families created with these coined word units. In addition, there are 69 nonexclusive and 52 common coined word units that have related words in beginner and intermediate grades.
Among the 121 nonexclusive and common coined word units in the beginner and intermediate TOPIK, 64 Chinese characters as coined word unit, which account for 52.89%, are essential words for the new HSK, and are also the head words of 《現代漢語詞典》. Also, 116 Chinese characters as coined word unit accounting for 95.87% of the total 121 nonexclusive and common coined word units of beginner and intermediate TOPIK Chinese characters are the current Chinese vocabulary as the headwords of 《現代漢語詞典》. As shown by the high degree of concordance between Korean and Chinese vocabulary, selective and strategic use of the word family vocabulary along with the 121 nonexclusive and common coined word units of the beginner and intermediate TOPIK Chinese characters will act as a positive factor in the acquisition of Chinese vocabulary by native Korean speakers.

1
권호별 보기
같은 권호 다른 논문
| | | | 다운로드

KCI등재

1《피자문수(皮子文藪)》에 수록된 시가(詩歌)의 창작 전략

저자 : 박혜경

발행기관 : 한국중문학회 간행물 : 중국문학연구 85권 0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1-26 (2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皮子文藪》는 晩唐 사람 皮日休가 科擧에 응시하면서 省卷과 行卷을 목적으로 편찬한 시문집이다. 이 서적 속 작품들은 관리가 되기 위한 뚜렷한 목적의식에 따라 전략적으로 구성되었다. 본 연구는 《皮子文藪》에 수록된 詩歌를 중심으로 그 창작 전략을 탐구하였다. 《皮子文藪》10권에 수록된 35수의 시의 주제는 1-9권 속에 수록된 소품문의 주제와 같다. 당시 정치와 사회 문제에 대한 견해와 자신의 사상과 정서를 시의 형식으로 표현한 것이다. 시의 제재는 사회 문제·역사 인물·은거 시기 생활과 서정 등 다양하나 주제는 당시 정치와 군신을 풍유하고 관직에 나서고자 하는 자신의 소양과 역량을 드러내는 것이다. 隱逸과 閑寂을 노래한 서정시 역시 청렴을 필수로 하는 공직윤리에 대한 인식을 바탕으로 하고 있다. 《皮子文藪》의 시에서는 급제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인물을 찬미하였고 관직으로 나가지 못하는 비애를 노래하였다. 그는 《詩經》의 諷諭 정신과 樂府 본질을 회복시키고자 하였던 新樂府 정신을 계승하였다. 그 시들은 儒家 詩觀에 바탕을 둔 것이며 이는 儒道로 정치를 바로 잡고자 하는 그의 정치관과도 맥락을 같이한다. 즉 그는 소임의 자각·당시 정치에 대한 생각·군주에게 直諫하여 정치를 바로 잡고자 하는 희망·無私하고 청렴한 성품 등 그의 현재 생각과 장차 관리가 될 사람으로서의 자질을 유가 정통의 詩觀에 따라 노래한 것이다. 이는 1-9권까지 소품문에서 서술한 사상과 견해를 시의 형식으로 전략적으로 형상화하고 감성화한 것이라 할 수 있다.

KCI등재

2원대(元代)의 백전체(白戰體) 산곡(散曲) 고찰(考察)

저자 : 김덕환

발행기관 : 한국중문학회 간행물 : 중국문학연구 85권 0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27-49 (2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白戰은 전쟁에서 손에 무기를 들지 않고 맨몸으로 싸운다는 뜻인데, 그것을 시문 창작에 응용하여 시문의 재능을 겨룰 때 자주 사용하는 어휘를 사용하지 않고 짓는 것을 白戰體 또는 禁體詩라 한다. 그것은 원래 연회에서 유희적으로 詩才를 다투며 벌주놀이를 하던 데서 시작되었으나, 송대 이후에는 사물을 묘사할 때 기존의 진부한 體物語의 사용을 금지하는 독특한 영물시의 한 형식으로 완성되어 유행하면서 사와 부 등 다른 문학 양식에도 광범위하게 영향을 미쳤다. 그렇다면 그것은 원대를 대표하는 운문인 산곡에도 어느 정도 영향을 미치지 않았을까라는 의문이 본 연구의 출발점이다. 이에 본고에서는 《전원산곡》에 수록된 작품을 대상으로 백전체 산곡의 유무를 조사하여 그 현황을 파악하고 분석하는 데 연구의 중점을 두었으며, 그 결과 세편의 백전체 산곡을 찾아내어 그것의 내용과 형식을 구체적으로 살펴보고 그 특징을 규명하였다. 그것들은 영물시에서 주로 운용되던 백전체 형식을 산곡에 도입하였지만, 그 양상은 각각 다른 형식으로 나타났다. 백전체는 유희적 요소가 강해 문학적으로 일고의 가치도 없다는 극단적인 비판을 받기도 하였지만, 본고에서는 오히려 그것의 창작 정신을 전통적으로 사용하던 체물어의 진부한 말을 버리고 신기함을 추구한 데 있다고 파악하였다. 따라서 원대에 백전체 산곡의 창작이 시도되었다는 점은 당시 산곡 작가들이 산곡의 표현 기교와 방법 면에서 전력을 다해 인위적으로 모든 기법을 활용하려고 노력한 결과를 반영하는 것이며, 그것은 통속성을 바탕으로 한 산곡이 詩詞化로 나아가는 과정에 끊임없이 조어의 새로운 변화와 기교를 추구한 것으로 볼 수 있다.

KCI등재

3명대(明代) 북경(北京) 문인시관(文人試館)의 출현과 역할

저자 : 이기훈

발행기관 : 한국중문학회 간행물 : 중국문학연구 85권 0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51-70 (2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고는 明代 北京에서 시작된 會館 즉 文人試館이 출현하게 된 배경을 고찰하고 이어서 당시 문인시관이 어떠한 기능과 역할을 했는지 살펴보는 것을 주된 내용으로 한다.
문인시관이 만들어진 가장 큰 원인은 바로 명 영락제 이후 남경에서 북경으로 천도를 하면서 과거시험장이 이전되었기 때문이다. 멀리 지방에서 올라온 수많은 擧人들과 그 수행원들의 숙식이 큰 문제로 대두되었고, 이때 安徽 출신 관리 兪謨가 고향 이름을 내세운 蕪湖會館을 건립하자 다른 지방 출신 관리들도 자신들의 회관을 짓기 시작했다.
이렇게 만들어진 문인시관은 먼저 '交流와 述懷의 공간' 역할을 했다. 거인들 간의 다양한 인적교류가 이루어졌고 會試의 합격여부에 따라 다양한 述懷가 있었다. 이는 고스란히 詩文으로 체현되고 회관에는 楹聯과 館詩가 남게 된다. 한편 문인시관은 '崇神과 尊賢의 공간'이기도 하다. 과거급제라는 염원을 가진 거인들에게는 정신적으로 의지할 대상이 필요했다. 鄕土神 사당이 있어서 끈끈한 유대감을 형성할 수 있었고, 文神과 鄕賢을 모신 사당이 있어 합격에 대한 간절한 마음을 의탁할 수 있었다.

KCI등재

4《申報》 창간 초기에 게재된 상해(上海) 京劇戲園(丹桂茶園, 金桂軒) 공연 관련 평론 내용 고찰

저자 : 여승환

발행기관 : 한국중문학회 간행물 : 중국문학연구 85권 0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71-97 (2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고는 《申報》창간 후 초기에 해당하는 1872년 6월부터 이듬해 2월까지 투고 게재된 다섯 편의 평론 문장(<戲園雜談>·<戲館瑣談>·<觀劇小記>·<觀劇書所見>·<戲劇閑評>)을 통해 당시 上海 최고의 京劇戲園이었던 丹桂茶園과 金桂軒의 공연 상황을 고찰하였다. 저자들은 직접 체험한 두 희원의 공연 모습과 소속 배우들이 펼친 연기에 대해 신문에 게재되는 문장의 특성을 살려 간결하면서도 꾸밈없이 분명한 관점으로 평가를 하고 있다. 따라서 다섯 편의 문장은 당시 丹桂茶園과 金桂軒의 실제 공연 모습을 고찰할 수 있는 중요한 사료적 가치를 가지고 있다고 할 수 있다.

KCI등재

5고통의 각인과 그 극복과정의 흔적들 ― 옌리(嚴力) 시에 나타난 '국가폭력'을 중심으로

저자 : 이희현

발행기관 : 한국중문학회 간행물 : 중국문학연구 85권 0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99-130 (3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고는 1954년 베이징에서 출생하여 '문혁', 천안문사태 등 일련의 비극적 역사를 경험한 시인 옌리(嚴力)의 시작품을 통해 공동체의 비극적인 역사 경험이 한 개인의 삶에 어떤 영향을 미치게 되는지, 그 고통의 흔적과 그에 대한 저항의식의 과정을 따라가며 국가권력과 개별적 개체로서의 국민 간의 관계에 대해 성찰한 연구물이다. 옌리는 '《오늘(今天)》파', '몽롱파', '3세대(第三代)파' 등에 속한 시인으로서, 시인 본연의 블랙유머와 독특한 시어 추구 등의 독창적인 방식으로 그의 시세계를 구현하고 있는데, 특히 '문혁' 시기 그가 직접 목도한 부친과 조부의 희생 등 역사적 비극에 대한 트라우마가 그의 작품의 기저를 형성하고 있음에 주목하여, 이에 트라우마, 코나투스, 착종 등을 분석의 키워드로 삼아 그의 비극적 역사인식 및 저항의식을 분석하게 되었고, 그 도출된 결과를 정리하면 다음과 같다.
첫 번째 트라우마 단계에서 시인은 국가폭력에 대한 상처를 '강간'에 유비할 정도로 상당히 폭력적이고 거친 시어를 빈번하게 사용하고 있었으며, '被'자문 등 피동문 및 특정 시어를 반복적으로 표출하고 있는데, 이는 시인이 유년시절 목격하게 되었던 부친과 조부 등을 포함한 무수히 많은 무고한 죽음들의 충격적인 목격에 따른 트라우마 증상의 흔적들이라고 생각한다. 두 번째 코나투스 단계에서 시인은 트라우마를 극복하기 위해 자기반성과 사회관조라는 두 가지 자세를 견지하며 자신을 성찰하고 더 나아가 반자본주의, 반전, 환경, 인성 등 폭넓은 주제의식으로 자신의 시세계를 확장해 가고 있는데, 특히 폭력적인 국가권력에 대한 대항마로써 자신만의 독창적인 시세계 창조를 통해 개인의 절대적 자유를 추구하고 있는 작가적 태도는 그의 예술세계의 하나의 지향점이라는 수렴된다는 면에서 의미심장하다. 마지막 세 번째 착종 단계에는 시인이 자기 나름의 신념을 추구하며 당대 비극사의 고통을 극복하고자 제아무리 노력한다 할지라도, 국가폭력 트라우마의 경우 국가 주도의 진실규명과 공동체 화해치유 과정 없이는 그 한계가 자명하다는 사실을 잘 보여주고 있다고 생각한다. 이것은 독재적인 국가권력 앞에 선 무기력한 개체적 국민이 지닌 비대칭적인 운명의 길항관계로, 진정한 국가의 역할은 국민 개개인의 인권을 보장한 민주적인 사회공동체 토대 위에서만 비로소 가능하다는 점을 새삼 반증하는 것이라고 생각한다.

KCI등재

6《하안(河岸)》속 '문혁(文革)'의 상흔과 재현 ― 공간구조와 인물 형상을 중심으로

저자 : 장윤선

발행기관 : 한국중문학회 간행물 : 중국문학연구 85권 0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131-160 (3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고는 쑤퉁의 장편소설인 《河岸》을 연구대상으로 삼았다. 《河岸》에서 쑤퉁은 '문혁'의 역사와 기억을 소환하여, 암울하고 부조리했던 시대 속 상처와 모순을 꿰뚫는다. 본문에서 필자는 광기와 부조리로 점철된 문혁의 아수라장 난장(亂場) 속에서, 인고의 세월을 보내야만 했던 중국인들의 방황과 절규, 그들의 치유되지 못한 상처와 비극을 작가가 어떻게 재현해내는지, 작품 속 특별한 공간인 '河'와 '岸'과 '쿠씨 부자'의 인물 형상을 통해서 면밀하게 고찰한다.
작품 속 '岸'의 공간을 투영하는 유팡진(油坊鎭)은 극좌 이데올로기 광풍하에 계급 갈등과 투쟁으로 분노와 증오를 조장하고, 출신성분, 계급적 신분이 다른 타자를 억압하고 제거하는 폭력적인 공간이다. '하(河)'의 공간을 투영하는 진췌강(金雀江)은 유팡진의 권력자들이 휘두르는 이데올로기의 폭압과 횡포에 생명, 자유와 같은 기본적 인권마저 보장받지 못하고, 인간의 숭고한 존엄성마저 박탈당한 자들이 거주하는 공간이다. 필자는 작품 속에서 이 두 개의 특별한 서사 공간을 정치권력의 재앙으로 얼룩진 시대와 역사에 대한 알레고리로 해석하였다.
역사의 소용돌이와 혼란 속에서 고통의 세월을 감내해야 했던 중국인들의 치유되지 못한 상처와 비극을 쑤퉁은 '쿠씨 부자'를 통해 재현해낸다. 획일적 전체주의 사상에 매몰된 쿠원쉬안(库文轩)의 모습은 당시 문혁의 폭정 속에서 체제와 이념의 허구성, 부조리함을 보지 못하고, 권력의 억압에 굴종한 채 비판적 사유와 주체성을 상실한 아버지 세대의 모습을 투영한다. 아들 쿠둥량(库東亮)의 삶은 6~70년대 혹독한 성장통을 앓아야 했던 중국인들의 '부유(浮遊)'하는 청춘의 자화상으로, 쑤퉁은 쿠둥량의 상처와 방황, 그리고 시대의 모순과 부조리한 서사를 '헛방귀(空屁)'라는 기발하고 의미심장한 표현으로 응축시켜 보여준다.
《河岸》에 대해 쑤퉁은 '나무에 새기듯 인생과 역사에 대한 많은 사색을 작품에 새겨 넣었다'라고 말한다. 그의 말대로 이 작품은 '인생', '역사', '사회' 등 묵직한 주제에 대해서 심도 깊은 사색과 통찰을 담아내고 있는 작품으로, 쑤퉁의 문학작품 궤적에서 매우 유의미한 인문학적 작품이다.

KCI등재

7옌롄커(閻連科)의 《작렬지(炸裂誌)》와 '신실주의(神實主義)'

저자 : 趙映顯

발행기관 : 한국중문학회 간행물 : 중국문학연구 85권 0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162-185 (2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옌렌커는 작가의 책임과 현실 비판 의식을 강조하고, 아주 오래 침묵했던 중국의 지난 세월을 국가 관리의 책략과 사회 제도가 야기한 것이라고 비판한다. 바로 이러한 문제의식을 '신실주의'라는 독특한 기법으로 작품들 속에 형상화하고 있다는 점에서 그의 현실 비판의식은 상당히 의미 있는 작업이라고 평가할 수 있다. 따라서 본문은 '신실주의' 작품 《작렬지》를 통해, 그의 글쓰기 특징과 현실에 대한 비판의식을 살펴본다. 《작렬지》는 조그만 시골 마을이 초대형 거대 도시로 성장한다는 이야기 속에서 탐욕스러운 인간 군상들을 그려내고 있다. 즉 지난 30년 동안 중국에서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 사람들의 마음에는 또 어떤 변화가 있었는지를 그려낸 작품이다. 이 작품은 또한 구조적인 측면에서, 작가 자신을 떠올리게 하는 인물을 작품에 등장시키며, 실제 존재하는 지방지와 소설 속의 가짜 지방지라는 설정을 통해 역사의 비신뢰성을 드러낸다. 그리고 그것은 단순히 현실 생활에서 개개인이 추구하는 광기 어린 욕망의 분출에 대한 비판에만 머무르지 않고, '내재적 진실'로서 국가 차원의 집단 이데올로기에 대한 비판으로 나갈 여지를 담고 있다. 요건대,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부와 권력, 발전, 규모 같은 것에 집착하는 세태를 적나라하게 묘사하여, 독자들 스스로 자신들의 실존을 되돌아보게 한다는 미덕은 높이 평가할 만하다. 그리고 옌롄커가 주창하는 '신실주의'는 아직 논리적 정합성의 문제가 있긴 하지만, 그것이 믿을 수 없는 일이 부단히 일어나고 두려움을 자아내는 카오스적 현실과 역사에 대한 작가적 회의를 문학적으로 완성하고자 하는 방법이라고 보고 그 성숙을 기다릴 필요가 있다.

KCI등재

8한중 인터넷 소설 속 갈등해결 양상 비교 ― '사이다' 추구 현상을 중심으로

저자 : 최재용

발행기관 : 한국중문학회 간행물 : 중국문학연구 85권 0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185-217 (3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글은 한국과 중국의 인터넷 소설 속에 나타나는 갈등해결 양상을 분석한다. 한국에서는 즉각적인 만족과 통쾌함을 추구하는 이야기를 '사이다'라고 불러왔으며, 중국에서는 '솽원爽文', 'YY' 등의 어휘가 사용되어왔다. 이런 단순하고 강력한 이야기에 대한 왕성한 수요와 공급은 한국과 중국 양국 모두의 최근 인터넷 문학에서 가장 눈에 띄는 특징 중의 하나라고 말할 수 있다. 이 글에서는 한국과 중국에서 각각 인터넷 문학의 주류로 부상한 '사이다' 서사의 구체적 양상을 《비따비》와 《속인회당俗人回档》이라는 두 편의 소설을 통해 비교하려 한다.
필자는 갈등과 그 해결 양상을 공적 시스템과 사적 시스템이라는 개념을 중심으로 분석하였다. 공적 시스템이란 법률, 제도, 계약 등 명문화되어 있으며 누구에게나 동등하게 적용되는(혹은 적용된다고 공표된) 시스템을 지칭하는 것이다. 이에 반해 사적 시스템이란 명문화되어 있지 않으며 개인에 따라 다른 식으로 작동하는 시스템이라고 정의할 수 있다. 만약 공적 시스템에 대한 신뢰가 깊다면, 그 사회의 구성원은 갈등 상황이 바로 그 공적 시스템을 통해 해결될 것으로 기대할 가능성이 높다. 그 반대의 경우 구성원은 사적 시스템에 주로 호소할 것이다.
두 소설을 분석한 결과, 한국의 인터넷 소설은 대체로 공적 시스템에 대한 신뢰 내에서 상대적으로 온건한 사이다를 추구해 온 반면, 중국은 사적 시스템이 공적 시스템에 우선하는 사회에서 사적 시스템의 과감한 관철을 통해 사이다를 생산한다는 점을 알 수 있었다. 결론 검증을 위해 최근 인기 있는 몇 편의 소설을 추가로 검토해 본 결과, 사이다 서사의 단조로움을 극복하기 위하여 다양한 변주가 이루어지고 있음을 확인하였다. 요컨대 한국은 공적 시스템이 우위인 사이다 서사를, 중국은 사적 시스템에 우위인 사이다 서사를 중심으로 하여 발전해 왔으나 그 과정에서 다양한 변주와 변수(시장의 변화, 외부의 검열 등)가 작용하고 있다고 결론내릴 수 있다.

KCI등재

9“白”與“伯”:用字變化的微觀歷史

저자 : 高中正 , 朴晟佑

발행기관 : 한국중문학회 간행물 : 중국문학연구 85권 0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219-247 (2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商代시기부터 春秋시기에 이르기까지 '흰 백(白)'자는 관직이나 존칭을 나타내는 '맏 백(伯)'을 의미하였다. 商代시기 '白(伯)'은 일반적으로 다른 정치 집단의 수장을 지칭하였고, 이러한 관습은 周代에까지 계승되어 전해진다. 이후 戰國시기 문자 이형 현상이 두드러지며 三晉지역을 제외한 나머지 楚나라 계열과 齊魯지역에서는 '흰백(白)', '핍박할 박(敀)'자를 사용해 '맏 백(伯)'을 의미하였고, 秦나라 계열에서는 '흰 백(白)'과 '측백 백(柏)'자를 사용해 '맏 백(伯)'을 의미하였다. 더욱이 이러한 현상은 漢代까지 영향을 미쳤다. 東漢 이후에 들어서야 비로소 보편적으로 '흰 백(白)'자는 '흰 백(白)', '맏 백(伯)'자는 '맏 백(伯)'을 의미하였지만, 예외적으로 고유명사에는 두 글자가 혼용되었다. 이는 두 글자의 자형 형태와 독음이 유사하여 우연히 발생한 현상으로 先秦시기에 사용된 관습과 큰 차이가 있다.

KCI등재

10'한어평음정사법(漢語拼音正詞法)'의 시행과 '일어쌍문제(一語雙文制)'

저자 : 김상원

발행기관 : 한국중문학회 간행물 : 중국문학연구 85권 0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249-276 (2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고에서는 <한어병음방안>이 <한어병음문자방안>으로 나아가는 데 있어서 한어병음 정사법의 제정이 갖는 의의를 살펴보았다. 그리고 한어병음 정사법의 변화 추이에 대한 분석을 통해 안정적인 정착 방안과 '一語雙文制' 도입에 필요한 요건들을 점검해보았다.
<한어병음 정사법 기본 규칙>은 한어를 병음으로 표기할 때의 공식 규범으로서 <한어병음방안>의 병음체계를 크게 개선시켜 주었다. 그리고 명실상부한 '한어' 병음방안으로서 한자에 버금가는 독립적인 '문자' 방안으로서의 면모와 위상을 강화해 나갈 수 있는 중요한 토대를 마련해 주었다. 그것은 제정 이후 2차례의 수정과 보완이 이루어졌는데 기본 원칙과 내용은 대동소이하다. 하지만 전체적인 체재와 구성은 점점 더 체계화되고 완성도도 높아지고 있으며, 규칙을 점점 더 유연하게 적용해 나가는 추이를 보인다.
한어병음 정사법의 완성을 위해서는 실천적 경험과 사례의 축적이 필수적이다. 이를 위해서는 한어병음 글쓰기를 생활화하고 그 속에서 발생하는 원칙과 현실, 이론과 실천 사이의 모순을 해소해 나가야 한다. 그리고 시대의 변화에 따라 새롭게 조성되는 언어 환경과 글쓰기 방식에 유연하게 대응해 나가야 한다.
<한어병음방안>은 한자의 대체 표기 수단으로서 다양한 분야에서 적지 않은 성과를 거두었다. 하지만 여전히 공식문자로서의 지위를 획득하지 못했을 뿐만 아니라 그 것으로 쓴 공식적인 문서자료와 문학작품도 거의 없다. 한어병음이 독립적인 문자로 자리잡고 '一語雙文制'를 도입하기 위해서는 한어병음 정사법을 활용하여 한어병음의 독립성을 강화하는 동시에 한어병음 글쓰기를 확산시켜 나갈 필요가 있다.

12
주제별 간행물
간행물명 최신권호

KCI등재

중국현대문학
101권 0호

KCI등재

중국어문학
89권 0호

KCI등재

중국어문논총
109권 0호

KCI등재

중국현대문학
39권 0호

KCI등재

중국현대문학
47권 0호

KCI등재

중국현대문학
55권 0호

KCI등재

중국현대문학
28권 0호

KCI등재

중국현대문학
65권 0호

KCI등재

중국현대문학
75권 0호

KCI등재

중국현대문학
85권 0호

KCI등재

중국어문학지
78권 0호

KCI등재

중국현대문학
95권 0호

KCI등재

중국현대문학
99권 0호

KCI등재

중국문학
110권 0호

KCI등재

중국언어연구
98권 0호

KCI등재

중국학보
99권 0호

KCI등재

중국문학연구
86권 0호

KCI등재

중국어문논총
108권 0호

KCI등재

중국산문연구집간
11권 0호

KCI등재

중국어문학
88권 0호
발행기관 최신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발행기관 최신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