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문 상세보기

한국금융연구원> 금융연구> 우리나라 장기금리 기간프리미엄 분석 및 정책적 시사점

KCI등재

우리나라 장기금리 기간프리미엄 분석 및 정책적 시사점

Research on the Determinants of Term Premium in Korean Long-term Rates and it’s Implication for an Unconventional Monetary Policy

오형석 ( Hyoung Seok Oh )
  • : 한국금융연구원
  • : 금융연구 34권4호
  • : 연속간행물
  • : 2020년 12월
  • : 27-59(33pages)
금융연구

DOI


목차

Ⅰ. 서론
Ⅱ. 선행연구 개관
Ⅲ. 국내 시장금리의 기대단기금리 및 기간프리미엄 추정
Ⅳ. 장기금리 기간프리미엄 결정요인 분석
Ⅴ. 결론 및 시사점
<참 고 문 헌>

키워드 보기


초록 보기

본 연구의 목적은 중앙은행이 통화정책 운영에 있어 정책금리 측면의 대응여력이 부족해져 양적완화 등 비전통적 통화정책수단이 필요할 경우에 대비하여 비전통적 통화정책의 핵심 파급경로인 장기금리 기간프리미엄 분석을 통해 중앙은행 자산매입의 파급효과를 예상해 보고 정책적 시사점을 도출하기 위함이다. 이에 따라 본고는 국내외 주요 선행연구 등을 참고하여 장기금리 기간프리미엄에 영향을 미치는 주요 대내외 요인들을 선별하여 실증분석을 실시하였다. 분석결과, 우리나라 장기금리 기간프리미엄에는 미래 경제성장과 물가에 대한 장기 전망, 장기 전망시수반되는 불확실성 등의 거시경제 여건, 정부의 국채공급규모, 장기유동성 증가율, 주가 수익률 등의 대내요인 뿐만 아니라 글로벌 유동성, 외국인 국채보유비중, 미국 장기금리 기간프리미엄 등의 대외요인이 복합적으로 영향을 미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되었다. 특히 금융위기 이후 꾸준히 증가해 온 외국인 국채보유규모 관련 변수는 본고의 다양한 분석에서 모두 통계적으로 유의한 것으로 추정되었는데, 동 변수는 중앙은행의 자산매입 정책과 매우 유사한 파급경로를 지니고 있다는 점에서 중앙은행이 양적완화를 도입할 경우 채권시장에서 정책효과가 유의하게 나타날 수 있을 것이라는 시사점을 도출할 수 있었다. 다만, 매우 다양한 요인들이 장기금리 기간프리미엄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난 만큼 양적완화 도입시의 효과는 국내외 금융·경제여건 변화에 따라 상이하게 나타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중앙은행의 양적완화는 민간신용 증가 등을 유발하여 금융불균형을 증대시킬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는 만큼, 정책시행에 따른 효과와 부작용 발생가능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시행여부를 판단할 필요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The term premium means an excess return that investors demand to compensate for holding long term bond. Therefore, long term economic outlook and uncertainty are main drivers of the term premium because these factors can affect the risk of long term bond price. In addition, unconventional monetary policy can be an important factor of term premium. If a central bank purchases long duration government securities on a large scale, this policy may reduce the amount of long-term securities in the bond market. This can put downward pressure on term premium in long term yield.
After the crisis of COVID-19, many central banks have lowered policy rates to their effective lower bounds. Under this situation, central banks can use quantitative easing to make financial conditions more accommodative. Therefore, term premium has gained attention in the sense of an unconventional policy tool. This research focuses on getting policy implications for an unconventional monetary policy in Korea by analyzing the determinants of term premium and finding that what factors have influenced change in the term premium of Korean 10-year government bond yield after global financial crisis. Term premium is estimated by ACM (2013) method like FRB of New York.
The empirical results suggest five main conclusions. First, macroeconomic uncertainty influences the behavior of term premium. In addition, long term expectations of inflation and growth are associated with the change in the term premium. Second, the increase in global liquidity due to quantitative easing policy of major countries has an important role in the change of Korean term premium. In addition, the U.S. term premium has a significant impact on Korean term premium. Third, long-term money growth has an important role for the decline in term premium. As the life expectancy in Korea is increasing faster than expected, the individual want to save more, which lead to the increase in long-term money and the demand of safe asset, for example long-term government bond. The fourth conclusion is that the increase in government bond issuance has upward pressure on the term premium. Finally, the increase of foreign investment on Korean government bond is the primary source of the fall in term premium during recent decade. Because the effect of increasing in foreign holdings of Korean long-term bond is very similar to that of large scale bond purchases by central bank, this estimation result implies that quantitative easing policy in Korea might be effective in long-term bond market.

UCI(KEPA)

간행물정보

  • : 사회과학분야  > 경제학
  • : KCI등재
  • :
  • : 계간
  • : 1225-9489
  • : 2714-0288
  • : 학술지
  • : 연속간행물
  • : 1988-2021
  • : 480


저작권 안내

한국학술정보㈜의 모든 학술 자료는 각 학회 및 기관과 저작권 계약을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이에 본 자료를 상업적 이용, 무단 배포 등 불법적으로 이용할 시에는 저작권법 및 관계법령에 따른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35권3호(2021년 09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부동산자산을 활용한 정책연금상품의 합리적 설계에 관한 연구

저자 : 마승렬 ( Seungryul Ma )

발행기관 : 한국금융연구원 간행물 : 금융연구 35권 3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1-31 (3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신도시 개발 등과 관련하여 토지가 수용될 때 시행되는 보상방법으로 기존의 현금, 대토, 채권으로 보상하는 방식에 더하여 연금형태로 지급하는 토지보상연금 제공방안이 최근 논의된 바 있다. 본 연구는 토지보상연금의 합리적인 상품 설계방향을 제시하기 위해 사적 연금상품인 즉시연금과 기존의 정책연금상품인 농지연금과의 균형을 고려한 가격 결정방법을 모색하였다. 농지수용시보상금을 연금형태로 지급받기를 원하는 농지소유자는 즉시연금에 가입하거나 농지연금에 가입하였다면 얻을 수 있었을 수익률에 비해 더 낮은 수익률을 원하지는 않을 것이다. 한편, 연금 공급자의 입장에서는 공·사적 연금간 또는 정책금융상품간 형평성 문제, 재정 건전성 문제 등으로 인해 현행의 즉시연금 또는 농지연금상품에 비해 더 높은 수익률을 허용하기도 어렵다. 본 연구는 즉시연금 또는 농지연금과 균형을 이룰 수 있는 가격결정이 합리적이라는 전제 하에서 농지소유자와 연금공급기관을 모두 만족시킬 수 있는 수준의 토지보상연금 상품설계방향을 제시하였다. 분석결과, 즉시연금의 기대수익률과 균형을 이루는 토지보상연금의 연금산정이율은 만기에 따라 2.675%(5년)∼2.830%(20년)로 평가되었으며, 농지연금의 수익률과 균형을 이루는 연금산정이율은 3.230%(5년)∼3.300%(15년)로 평가되었다. 본 연구의 분석결과는 토지보상연금 공급자의 합리적 상품설계와 소비자들의 토지보상연금상품 선택에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When the land is expropriated due to new town development project which is conducted for the purpose of stabilizing housing market in metropolitan area, land owners can choose the method of compensation. Regarding this, in addition to the current methods of compensation with cash, an exchange of land, or issuing bonds, the compensation method of paying with an annuity was discussed recently. Considering the population structure of super aging society in rural area as well as the fact that almost all areas of new town development are comprised with rural area, the introduction of compensation method with annuity(land compensation pension) is recognized as a timely and appropriate direction of policy. In this paper, we analysed about a pricing method considering the balance with farmland pension, a similar policy annuity product, as well as immediate annuity, a similar private annuity product, to suggest a reasonable designing direction of land compensation pension product. The owner of farmland who wants to receive compensation as a form of annuity when the farmland is expropriated would not want to get lower return compare to immediate annuity or farmland pension. Meanwhile, in the view point of pension provider, it is difficult to allow higher return compare to existing immediate annuity or farmland pension due to fairness between public and private products or between policy financial products as well as financial stability. Under the precondition that the pricing process considering equilibrium between immediate annuity and land compensation pension or between farmland pension and land compensation pension is reasonable, we suggested a designing direction of land compensation pension which could satisfy both the pensioner and pension provider by comparing rates of return with immediate annuity or farmland pension. When we evaluate it compare to farmland pension, the optimal levels of applied rates were evaluated ranging from 3.23% (5 year) to 3.30% (15 year). And when we evaluate it compare to immediate annuity, the optimal levels of applied rates were evaluated ranging from 2.675% (5 year) to 2.830% (20 year). It is expected that the results of our analysis could help the pension provider designing the product reasonably as well as the consumer selection of the product.

KCI등재

2통화정책 효과의 지역별 차이: 지역 화폐공급을 중심으로

저자 : 김정현 ( Jounghyeon Kim )

발행기관 : 한국금융연구원 간행물 : 금융연구 35권 3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33-61 (2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에서는 통화정책 효과의 지역별 차이를 지역 화폐공급을 중심으로 분석하고 화폐공급이 지역경제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서 검증하고자 하였다. 우선 서울과 경기도를 포함한 광역시의 화폐공급(M2)을 추계한 후 통화정책이 각 지역의 화폐공급에 미치는 영향을 조사하였다. 겉보기무관 회귀분석(SUR, seemingly unrelated regression)을 통한 추정결과 통화당국의 국채보유 및 재할인율의 증가는 지역의 화폐공급을 각각 증가·감소시키며, 이러한 통화정책의 효과는 지역별로 상이하다는 것이 확인되었다. 다음으로 지역 화폐공급이 지역의 경제성장 및 소득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기 위해 동태적 지역 패널 임의효과 모형(regional dynamic panel random-effects model)과 시스템 일반화 적률법(system generalized method of moment)을 통해 추정한 결과 지역화폐공급의 증가는 지역내총생산과 지역총소득을 증진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결과를 화폐공급에 미치는 통화정책의 영향이 지역별로 상이하다는 결과와 결부해서 해석해 볼 때 이는 지역경제에 미치는 통화정책의 영향 또한 상이할 수 있음을 시사하는 것이라 할 수 있다. 특히 통화당국이 경기안정화를 위한 통화정책 수행 시 지역경제에 보다 효과적으로 파급될 수 있도록 통화정책의 지역별 차이를 고려하여 정책적으로 보완하려는 노력을 병행하여야 할 필요가 있다는 정책적 시사점을 제시한다.


This paper examines differences in the impact of monetary policy on regional money supply, with an emphasis on the effects of money supply on regional economic development and income. To this end, the money supply (M2) in metropolitan regions is first computed, followed by a seemingly unrelated regression (SUR). With regional variations, it is found that the increase in the stock of treasury bonds expands the regional money supply, whereas the rise of the discount rate leads to the opposite effect. In particular, based on the findings, the hypothesis is tested that monetary policy via open market operations and the discount rate has homogeneous impacts on the regional money supply in all regions. The premise is rejected at a significant level of 1%, implying that there are regional disparities in the impact of monetary policy on the regional money supply.
Furthermore, to explore the impact of regional money supply on regional economic development and income, regional dynamic panel random-effects estimations with one period lagged money supply are conducted, taking into consideration that the impact of money supply on economic activities takes time. The findings reveal that regional money supply has statistically significant and positive effects on gross regional domestic product (GRDP) and gross regional income (GRI). To check the robustness of the results, regressions are rerun with the regional money supply growth rate controlled for the years of 2008 and 2009, which correspond to the global financial crisis period, and then system generalized method of moment (system GMM) estimations are performed, taking into account the potential endogeneity of regional money supply. It is found that regional money supply still promotes regional economic growth and income. This indicates that the previous results are highly robust.
These findings imply that the impact of monetary policy on regional economies may also differ by region. Therefore, in order to execute monetary policy more effectively in stabilizing regional economies, monetary authorities should adopt auxiliary policies that take regional disparities into consideration.

KCI등재

3ESG 경영이 주가수익률에 미치는 영향: COVID-19 확산에 따른 위기기간을 중심으로

저자 : 이은정 ( Eun Jung Lee ) , 이유경 ( Yu Kyung Lee )

발행기관 : 한국금융연구원 간행물 : 금융연구 35권 3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63-91 (2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에서는 COVID-19 펜데믹과 같이 주식시장에 악영향을 미치는 외생적 충격이 있을 때, ESG의 역할을 분석하고 있다. 즉, 위기 상황에서 기업의 ESG와 주가수익률간의 관계를 분석함으로써 ESG 활동이 기업가치의 하락을 약화시키는 역할을 수행하는지를 살펴본다. 분석결과, 위기기간 동안 ESG 성과가 주식수익률에 별다른 영향을 미치지 못함을 확인하였다. 추가적으로, ESG를 구성하고 있는 환경(E), 사회(S), 그리고 지배구조(G) 세부항목별로 주가수익률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한 결과에서도, 위기기간 동안에는 E, S, G 각각의 항목이 주식수익률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는 증거는 발견되지 않았다. 한편, 위기기간에서의 분석결과와는 다르게, 정상기간에서는 ESG 평가점수가 높을수록 기업의 주가수익률이 상승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마지막으로 ESG 활동 중 상당히 중요한 항목 중 하나인 지속가능경영보고서 작성 및 공시 여부가 누적 주가수익률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한 결과,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공시하는 경우 COVID-19로 인한 위기 상황에서도 주가수익률이 상승하는 것을 확인하였다. 이러한 결과는 실제 ESG 점수와 진정성 있는 ESG 경영 간의 잠재적인 차이가 있을 수 있음을 보여주며, 위기상황에서는 진정성 있는 ESG를 실천하는 경우에만 시장에서 긍정적인 평가를 받을 수 있음을 시사한다.


This study analyzes the role of ESG when there is an exogenous shock that adversely affects the stock market, such as the COVID-19 pandemic. In other words, by analyzing the relation between ESG performance and stock return in a crisis, we examine whether ESG activities play a role in weakening the decline in firm value.
We find that ESG performance did not have a significant effect on stock returns during the crisis period. In addition, we analyze the effects of environment (E), society (S), and governance (G), which are components of ESG, on stock return. During the crisis, we find that each of E, S, and G had no effect on stock returns. On the other hand, unlike the analysis results in the crisis period, the ESG performance has effects on the stock price return during the normal period. Lastly, we analyze the effect of the disclosure of a sustainability report, which is one of the most important items in ESG activities, on the stock price return. As a result, we confirm that when the sustainability report is disclosed, the stock price return increases even in a crisis caused by COVID-19. These results show that there may be a potential difference between actual ESG scores and authentic ESG management, suggesting that investors can differentiate between those engaging in genuine ESG and those engaging in cheap talk.

1
권호별 보기
같은 권호 다른 논문
| | | | 다운로드

KCI등재

1가계동향조사를 이용한 주택가격과 가계소비의 관계 분석

저자 : 신인석 ( Inseok Shin )

발행기관 : 한국금융연구원 간행물 : 금융연구 34권 4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26 (2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논문은 Attanasio et al.(2009)과 Campbell and Cocco(2007)의 '주택가격 내생성 가설'과 '세대간 부의 재분배 가설'이 대립되고 있음을 배경으로, 2003-16년간 한국의 분기별 “가계동향조사”를 사용하여 주택가격과 가계소비의 관계를 분석하였다. 분석결과 가계소비와 주택가격 사이에서 나타나는 양(+)의 상관관계는 주택가격 내생성 가설과 부합한다고 해석할 수 있는 증거들이 발견됐다. 연령과 주택보유 기준으로 가계를 구분하였을 때 소비의 주택가격에 대한 반응도는 40 미만 청장년층 주택보유가계, 청장년층 무주택가계, 다음으로 55세 이상 노년층가계의 순서였다. 특이하게도 40~55세 중년층 가계의 소비는 주택가격과 작지만 유의한 음(-)의 관계를 보였다. 본 논문은 중년가구 소비의 특이성에 대하여 한국 특유의 '자녀부양비용 역할' 가설을 제안하였다.

KCI등재

2우리나라 장기금리 기간프리미엄 분석 및 정책적 시사점

저자 : 오형석 ( Hyoung Seok Oh )

발행기관 : 한국금융연구원 간행물 : 금융연구 34권 4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27-59 (3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의 목적은 중앙은행이 통화정책 운영에 있어 정책금리 측면의 대응여력이 부족해져 양적완화 등 비전통적 통화정책수단이 필요할 경우에 대비하여 비전통적 통화정책의 핵심 파급경로인 장기금리 기간프리미엄 분석을 통해 중앙은행 자산매입의 파급효과를 예상해 보고 정책적 시사점을 도출하기 위함이다. 이에 따라 본고는 국내외 주요 선행연구 등을 참고하여 장기금리 기간프리미엄에 영향을 미치는 주요 대내외 요인들을 선별하여 실증분석을 실시하였다. 분석결과, 우리나라 장기금리 기간프리미엄에는 미래 경제성장과 물가에 대한 장기 전망, 장기 전망시수반되는 불확실성 등의 거시경제 여건, 정부의 국채공급규모, 장기유동성 증가율, 주가 수익률 등의 대내요인 뿐만 아니라 글로벌 유동성, 외국인 국채보유비중, 미국 장기금리 기간프리미엄 등의 대외요인이 복합적으로 영향을 미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되었다. 특히 금융위기 이후 꾸준히 증가해 온 외국인 국채보유규모 관련 변수는 본고의 다양한 분석에서 모두 통계적으로 유의한 것으로 추정되었는데, 동 변수는 중앙은행의 자산매입 정책과 매우 유사한 파급경로를 지니고 있다는 점에서 중앙은행이 양적완화를 도입할 경우 채권시장에서 정책효과가 유의하게 나타날 수 있을 것이라는 시사점을 도출할 수 있었다. 다만, 매우 다양한 요인들이 장기금리 기간프리미엄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난 만큼 양적완화 도입시의 효과는 국내외 금융·경제여건 변화에 따라 상이하게 나타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중앙은행의 양적완화는 민간신용 증가 등을 유발하여 금융불균형을 증대시킬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는 만큼, 정책시행에 따른 효과와 부작용 발생가능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시행여부를 판단할 필요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KCI등재

3글로벌 금융불안시 우리나라 주식시장의 취약도 분석

저자 : 이명활 ( Myong-hwal Lee )

발행기관 : 한국금융연구원 간행물 : 금융연구 34권 4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61-98 (3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고에서는 시스템 리스크 관련 연구에서 많이 활용되고 있는 CoVaR 개념을 이용하여, 글로벌주가 폭락 시 우리나라를 포함한 주요국 주식시장의 취약도를 분석하였다. 분위수 회귀분석을 이용한 CoVaR 측정방법 외에도 꼬리부분의 상호연계성을 신축적으로 반영할 수 있는 Copula 방법을 이용하여 주가하락률 CoVaR 값을 측정하였다. G20을 중심으로 한 20개국을 대상으로 CoVaR 값을 추정한 결과, 글로벌 주가 충격 발생 시 Copula 기반 CoVaR 값이 분위수 회귀분석을 이용한 경우보다 모든 국가에서 커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Copula를 이용한 추정방법의 경우 꼬리부분의 극단으로 갈수록 높아진 상관관계를 반영하는 반면, 분위수 회귀분석 추정방법은 특정분위수일 때의 고정 상관관계만을 반영함에 따라 CoVaR 값이 상대적으로 작게 추정된데 기인하는 것으로 해석된다. 한편, 글로벌 주가 충격에 대한 우리나라 주가의 취약성 정도는 대체로 분석대상국 평균 이상 수준을 기록하여 글로벌 주가 충격의 영향이 작지 않음을 보여 주였다. 특히 일본과 미국의 주가 충격에 대해서는 주가의 동조성 및 전이효과 측면에서 모두 높은 수준을 기록하여 우리나라의 주가가 일본 및 미국의 주가 변동에 취약함을 시사해 주었다.

1
주제별 간행물
간행물명 최신권호

글로벌금융학회 정책심포지엄 및 학술대회
2020권 0호

KCI등재

국제통상연구
26권 4호

KCI등재

노동경제논집
44권 4호

충남경제
2021권 12호

재정포럼
306권 0호

KILF Report
124권 0호

TIP(TAX ISSUE PAPER)
59권 0호

KCI등재

한국경제학보(구 연세경제연구)
28권 2호

KCI등재

경제사학
77권 0호

KCI등재

경상논총
39권 4호

KCI등재

동북아경제연구
33권 3호

KCI등재

한국물류학회지
31권 6호

KCI등재

경제학연구
69권 4호

KCI등재

통상정보연구
23권 4호

협상연구
24권 2호

KCI등재

질서경제저널
24권 4호

KCI등재

재정정책논집
23권 4호

KCI등재

식품유통연구
38권 4호

KCI등재

산업조직연구
29권 4호

해양한국
2022권 1호
발행기관 최신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발행기관 최신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