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문 상세보기

한국일러스아트학회> 조형미디어학> 글로벌 브랜드 웹사이트 컬러의 시계열 분석

KCI등재

글로벌 브랜드 웹사이트 컬러의 시계열 분석

A Time-Series Analysis on the Global Brands` Website Colors

공현희 ( Hyun Hee Kong )
  • : 한국일러스아트학회
  • : 조형미디어학 19권1호
  • : 연속간행물
  • : 2016년 02월
  • : 21-29(9pages)
조형미디어학

DOI


목차

1. 서론
2. 이론적 배경
3. 브랜드 웹사이트 컬러분석
4. 결론
참고문헌

키워드 보기


초록 보기

본 연구는 글로벌브랜드의 웹사이트 컬러 특성을 분석하여 브랜드가 속한 업(業)의 속성 측면에서 브랜드 이미지 제고에 어떻게 기여하는가를 연구하였다. 지난 15년간 5년 주기로 인터브랜드가 선정한 글로벌 10대 브랜드에 속한 코카콜라, 마이크로소프트, GE, 맥도날드 웹사이트에서 추출된 컬러들을 Tone과 Hue&Tone898을 이용하여 각 컬러들의 명도와 채도를 알아보고 단색이미지와 배색이미지를 분석해 컬러들 사이의 관계를 분석한 후, IRI 색채연구소의 형용사 이미지 스케일내 컬러 분포를 살펴보았다. 분석 결과, 첫째, 메인페이지에 적용된 메인, 서브, 액센트 컬러의 배색기법은 하위페이지까지 일관되게 적용되고 있어 그러한 배색기법의 일관성이 브랜드 웹사이트의 아이덴티티뿐 아니라 브랜드 이미지를 일관성 있게 유지해 주고 있었다. 둘째, 각 브랜드가 속한 업종의 특성에 맞는 컬러들이 적용되고 있었다. 셋째, 각 웹사이트 컬러배색의 형용사 이미지 공간은 시간의 흐름에도 불구하고 일관성을 갖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즉, 기업은 전통적 커뮤니케이션 미디어 이외에 점차 중요도가 높아지고 있는 웹페이지를 통해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강화하고자 하고 있으며, 브랜드 아이덴티티의 유지 또는 강화를 위해 웹사이트의 컬러배색 등 전체적인 컬러디자인의 일관성을 지키고 있었다. 소비자에게 바람직한 이미지를 심어 줄 수 있는 컬러들을 액센트 컬러로서 웹사이트 디자인에 사용하고 있었고 그 액센트 컬러를 통한 이미지 전달효과가 커질 수 있도록 서브컬러 등을 배색하여 적용하고 있는 것이다. 결론적으로, 마케팅 관점에서 웹사이트는 다른 전통적인 미디어들에 비해 양방향 소통을 통한 체험마케팅의 중요한 수단으로 활용되고 있었으며, 그 중 웹사이트 컬러는 고객의 체험에 있어 시각적, 감각적 반응을 이끌어 내는 데 가장 중요한 요소로서 활용되고 있었다.
This article has analyzed global brands`` website colors to measure how the colors contribute to the expression of industry attributes and enhancement of brand image. The colors extracted from the websites of Coke, Microsoft, GE, McDonald``s have been categorized according to their brightness and chroma by using tone and Hue&Tone898. And the relationships between single colors and coordinated colors are analyzed. Then, the color distribution was reviewed with the color image scale by IRI Color Institute. The result has shown that, firstly, the color arrangement of main/sub/accent colors in the first main webpage is consistent through a following sub webpage, and the consistency helps to sustain brand identity as well as website identity. Secondly, the colors help people to remind the industry``s attributes well where the company belongs to. Finally, although the time has passed by, the image of the color arrangements are not changed much and even similar. Saying that again, companies are more dependant on interactive digital media such as website than before. And they are trying to be consistent in the website color arrangement to keep the brand``s identity. In conclusion, the brand website is more widely used as an interactive marketing communication media and the website color is being considered as one of the most important visual factors extracting customers`` experiential and sensual reactions.

UCI(KEPA)

I410-ECN-0102-2016-650-000702999

간행물정보

  • : 예체능분야  > 미술
  • : KCI등재
  • :
  • : 계간
  • : 2671-6194
  • : 2734-0031
  • : 학술지
  • : 연속간행물
  • : 2005-2021
  • : 1467


저작권 안내

한국학술정보㈜의 모든 학술 자료는 각 학회 및 기관과 저작권 계약을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이에 본 자료를 상업적 이용, 무단 배포 등 불법적으로 이용할 시에는 저작권법 및 관계법령에 따른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24권3호(2021년 08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디지털 미디어 환경에서 모션그래픽 디자인의 시각 정보 표현과 정보전달 장점에 관한 연구

저자 : 마효욱 ( Ma¸ Xiao Xu ) , 신인식 ( Shin¸ Insik )

발행기관 : 한국일러스아트학회 간행물 : 조형미디어학 24권 3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1-9 (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디지털 기술로 인해 미디어의 발전과 디지털 기술의 혁신, 정보전달 형식에 변화가 생겼고, 날로 증가하는 심미적 욕구에 따라 모션그래픽 디자인도 끊임없이 혁신하고 있으며, 다양하고 다양한 동적 카테고리와 동적 표현 형식은 정보를 받아들이는 방식을 즐거운 경험으로 만들었다. 본문은 시각적 표현 및 정보전달을 목적으로 모션그래픽 디자인의 정보 표현 과정과 전달 방식을 분석하고, 디지털 미디어 영역의 모션그래픽 콘텐츠의 표현 방식을 분석함으로써 그 흐름과 응용 가치를 탐구했다. 모션그래픽 디자인은 정보전달 언어로서 정보에 대한 수용 방식, 정보전달, 사고의 업데이트를 조용히 변화시키고 사용자에게 보다 직관적인 느낌을 주고 있다. 또한 다차원적인 경험을 제공하여 시각적 흥미를 높이고 정서적 교류를 증대시키고 있다. 모션그래픽 디자인은 새로운 기술, 새로운 미디어에 적응하는 새로운 시청각언어 규칙을 선보일 것이다.
디지털 미디어 환경은 모션그래픽의 시각적 언어 표현의 차원과 깊이를 확장하고 새로운 미디어의 새로운 방식을 결합하여 창작함으로써 여러 감각이 협동하여 정보의 커뮤니케이션을 완성하며, 상호 작용과 몰입식 체험 등의 방식을 융합하여 정보의 전달와 소통을 가속화 시켰으며 현대 시각 영역의 관건이 된 부분이기 때문에 모션그래픽 디자인 언어와 정보전달 방식을 연구하는 것은 현실적인 의의가 있다.


Due to digital technology, there has been a change in the development of media, innovation of digital technology, and the form of information delivery, and motion graphic design is constantly innovating according to the ever-increasing aesthetic desire. made it an enjoyable experience. This study analyzed the information expression process and delivery method of motion graphic design for the purpose of visual expression and information delivery, and explored the flow and application value by analyzing the expression method of motion graphic content in the digital media area. Motion graphic design, as an information communication language, quietly changes the way of receiving information, information transmission, and updating of thinking, giving users a more intuitive feeling. In addition, it provides a multi-dimensional experience to increase visual interest and increase emotional exchange. Motion graphic design will introduce new technologies, new audiovisual language rules that adapt to new media.
The digital media environment expands the dimension and depth of visual language expression of motion graphics and combines new methods of new media to create and cooperate with multiple senses to complete information communication, and to converge methods such as interaction and immersive experience. This accelerated the transmission and communication of information, and since it is a key part of the modern visual field, it is meaningful to study motion graphic design language and information delivery method.

KCI등재

2국가별 화장품 포장 재활용 현황 차이에 관한 연구

저자 : 한양희 ( Han¸ Yang Hui ) , 신재욱 ( Shin¸ Jae Wook )

발행기관 : 한국일러스아트학회 간행물 : 조형미디어학 24권 3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10-18 (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2021년에 접어들며 전 세계적으로 환경 문제가 다시 한 번 대두되었다. 화장품 업계는 친환경 패키지의 중요성이 높아지며 화장품 플라스틱 용기 문제를 해결하고자 하는 변화에 발맞추어 지속 가능한 패키지 디자인을 출시하고 있지만, 완전한 해결책이 되기에는 어렵다는 한계점이 있다.
이에 본 연구는 국내외의 법률 및 규정을 바탕으로 국가별 화장품 패키지 재활용 현황 차이를 비교 분석하기 위해 연구 산출물에 초점을 두고 연구를 진행하였다. 국내외의 법률 및 규정을 바탕으로 먼저 폐기물 관리법 시행 규칙, 생산자 책임 재활용 제도(EPR: Extended Producer Responsibility), 포장재 재질 구조 평가 제도를 토대로 국내 자원순환제도 운영 및 관리 현황에 대해 분석하였다. 한국보건산업진흥원(KHIDI)에서 발표한 보건산업 브리프에서 발표된 국가를 기준으로 국외 4개국의 포장 폐기물 현황을 분석하였다. 수집된 자료를 통해 국가별 화장품 패키지 재활용 현황 차이에 대해 분석을 진행하였다. 본 연구에서는 환경오염이라는 공통 문제에 대해 국가별로 포장 폐기물 관련 법률 및 규정이 어떻게 규정되고 시행되고 있는지 비교 분석하는 데에 의의가 있다. 다만 단기간에 해결되지 않는 문제를 직면하고 있는 현 상황을 고려하였을 때, 각국에서 힘을 합쳐야하는 점 역시 명확하다. 본 논문은 단순 포장 폐기물 관련 법률 및 규정을 비교 분석하는 데에 그치지 않고 더 나아가 각국 정책의 실효성을 강화할 수 있는 자료가 되기를 기대한다.


As we enter 2021, environmental issues around the world are once again on the rise. The cosmetics industry is releasing a sustainable package design to keep pace with the change that seeks to solve the cosmetic plastic container problem as the importance of eco-friendly packaging increases, but there is a limitation in that it is difficult to become a complete solution.
Therefore, this study conducted a single case study focusing on the research output to compare and analyze the difference in the recycling status of cosmetic packages by country based on domestic and foreign laws and regulations. Based on domestic and foreign laws and regulations, we first analyzed the operation and management of the domestic resource circulation system based on the Waste Management Act enforcement regulations, EPR, and packaging material structure evaluation system. We analyzed the status of packaging waste in four foreign countries based on the countries announced in the health industry briefs announced by KHIDI. In this study, it is meaningful to compare and analyze how the laws and regulations related to packaging waste are regulated and implemented in each country for the common problem of environmental pollution. However, it is also clear that each country needs to work together, given the current situation that cannot be solved in a short period of time. It is expected that this thesis will not only compare and analyze laws and regulations related to packaging waste, but also serve as data that can further strengthen the effectiveness of each country's policies.

KCI등재

3국내 푸드메틱(Foodmetic) 패키지디자인 트렌드에 관한 연구

저자 : 강용원 ( Kang¸ Yong Won )

발행기관 : 한국일러스아트학회 간행물 : 조형미디어학 24권 3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19-27 (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국내 화장품 시장은 K-Beauty 라는 명칭으로 해외에서도 국내 화장품 시장을 주목하고 있다. 이러한 화장품 산업에서 하나의 장르처럼 푸드메틱(Foodmetic)이 자리잡게 되었다. 하지만 화장품에 대한 연구와 개발은 활발히 이루어지지만 푸드메틱(Foodmetic)이라는 분야는 연구가 미흡한 실정이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국내 푸드메틱(Foodmetic)의 패키지디자인의 트렌드에 대해서 분석하고자한다. 더불어 푸드메틱(Foodmetic)의 화장품 품목에 대한 현황도 파악하고자 한다. 연구의 범위는 국내 푸드메틱(Foodmetic)의 완판된 경험이 있는 브랜드 6가지로 한정하여 진행하였다. 그 과정에서 푸드 외관 디자인의 크로스오버, 푸드 브랜드와의 크로스오버로 두 분야로 분류해서 진행하고자 한다. 푸드 외관 디자인의 크로스오버에는 토니모리 과일 형태 핸드크림, 잇츠스킨 마카롱 립밤, 라비오뜨 와인 틴트가 있으며, 푸드 브랜드와의 크로스오버에는 라운드어라운드 X 빙그레 바나나우유 바디케어, 한국야쿠르트 하루야채 마스크팩, 더샘 X 초코파이 핸드크림이 있다. 크로스오버 트렌드 맵으로 분석한 결과 푸드 외관 디자인의 크로스오버 중 토니모리 과일형태 핸드크림과 푸드 브랜드와의 크로스오버 중 더샘 X 초코파이 핸드크림은 크로스오버 트렌드 맵에서 동일한 선상에 위치하고 있다. 이러한 결과는 푸드메틱(Foodmetic)의 시초라고 할 수 있는 토니모리 과일형태 핸드크림과 푸드 브랜드와의 크로스오버의 혁신을 일으켰던 더샘 X 초코파이 핸드크림은 화장품 시장에서 새로운 가치를 창출했다는 점에서 동일한 트렌드를 이어 나갔다라고 분석할 수 있다. 결과적으로 푸드메틱(Foodmetic)의 패키지디자인은 창조적 가치를 창출 할 수 있으면서, 기존의 푸드 브랜드의 친근감을 가지고 올 수 있는 장점을 지니고 있다. 화장품의 하나의 장르로 자리잡은 푸드메틱(Foodmetic)으로 향후 화장품 패키지디자인의 차별화된 전략으로 나아가기 위한 방안으로 제시하고 기초자료로 활용되기를 기대해본다.


The domestic cosmetics market is also paying attention to the domestic cosmetics market under the name K-Beauty. Foodmetics has become a genre in the cosmetics industry. However, while research and development of cosmetics are actively carried out, research on foodmetics is insufficient. Therefore, in this study, we are going to analyze the trend of package design of foodmetics in Korea. In addition, the company wants to know the current status of cosmetics items of Foodmetic. The scope of the study was limited to six brands with experience in selling out foodmetics in Korea. In the process, we would like to divide it into two categories: food exterior design crossover and food brand crossover. Food exterior design crossover includes Tonymoly fruit-shaped hand cream, It's Skin Macaron Lip Balm, and Labiotte wine tint, while crossover with food brands includes Round Around X Binggrae Banana Milk Body Care, Korea Yakult Haru Vegetable Mask Pack and The Saem X Choco Pie Hand Cream. According to the analysis with the crossover trend map, Tony Moly's fruit-shaped hand cream among crossover designs and The Saem X Choco Pie hand cream among crossover brands are located on the same line on the crossover trend map. These results can be analyzed that Tony Moly's fruit-type hand cream, the beginning of Foodmetic, and The Saem X Choco Pie hand cream, which revolutionized crossover with food brands, continued the same trend in that they created new values in the cosmetics market. As a result, Foodmetic's package design has the advantage of creating creative value and bringing familiarity with existing food brands. Foodmetic, which has become a genre of cosmetics, is presented as a way to move toward a differentiated strategy of cosmetics package design in the future and is expected to be used as basic data.

KCI등재

4국내외 지속 가능 패션 브랜드의 친환경 서비스 유형 사례 연구

저자 : 신새미 ( Shin¸ Saemi ) , 김성준 ( Kim¸ Sungjoon )

발행기관 : 한국일러스아트학회 간행물 : 조형미디어학 24권 3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28-35 (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지속 가능한 디자인의 초점은 단순히 친환경적인 재료의 사용과 제품 생산 차원에 머무르지 않고, 점차 서비스 및 시스템적 접근을 통한 다양한 사람들의 참여를 바탕으로 하는 성취로 옮겨가고 있다. 따라서 본 연구는 지속가능성을 위한 시스템적 접근으로써의 브랜드의 친환경 서비스에 주목하여, 그 기반을 다지기 위한 유형 분류체계의 제안을 목적으로 하였다. 브랜드 중 패션 브랜드를 중심으로 연구를 진행하였으며, 문헌연구 및 사례 분석을 통해 브랜드의 친환경 서비스 유형 분류체계를 제안하고, 선별한 브랜드의 서비스 사례들을 정의한 유형들에 대입시켜 해석하였다. 연구결과, 패션 브랜드의 친환경 서비스는 '친환경 재료', '순환성', '폐기물 방지', '패키징', '기부 캠페인', '시스템 및 서비스 개발'의 6가지 유형으로 분석되었으며, 이를 통해 환경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뿐만 아니라 소비자 개개인에게도 영향을 미치며 친환경적인 활동의 기회를 제공해 주고 있음을 알 수 있었다. 본 연구는 국내외 패션 브랜드의 다양한 친환경 서비스 사례에 대한 분석과 함께 유형 분류체계의 기본적인 모형을 제시함으로써, 브랜드의 친환경 서비스를 위한 기초적인 참고자료 및 전략 수립을 위한 가이드라인을 제시하였다는 점에서 의의를 가질 수 있다.


The focus of sustainable design is increasingly shifting to achievements based on diverse people's participation through service and systematic approaches, rather than simply on the use of eco-friendly materials and production. Therefore, this study focused on the brand's eco-friendly services as a systematic approach to sustainability, and aimed at proposing a type classification system for the development of brand's eco-friendly services. Among various brands, research was conducted focusing on fashion brands. Through previous research and case analysis, we proposed a classification system for the brand's eco-friendly service types, and we interpreted the selected brand's service cases by introducing them into the presented type classification system. As a result of the research, eco-friendly services of fashion brands were analyzed into six types: 'eco-friendly materials', 'cyclability', 'waste prevention', 'packaging', 'donation campaign', and 'system and service development', which not only positively affect the environment but also provide consumers with opportunities for eco-friendly activities. This study can be significant in that it presents a basic model of the type classification system, along with analysis of various eco-friendly service cases of domestic and foreign fashion brands, and provides guidelines for establishing basic references and strategies for brand eco-friendly services.

KCI등재

5기호학을 통한 국제 영화제 포스터의 의미작용에 관한 연구 -상하이 국제 영화제 포스터 중심으로-

저자 : 몽효리 ( Meng¸ Xiaoli ) , 한석원 ( Han¸ Seokwon )

발행기관 : 한국일러스아트학회 간행물 : 조형미디어학 24권 3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36-47 (1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상하이 국제 영화제는 1993년 처음 개최되어 지금까지 23회 개최되고 있다. 영화제의 홍보와 커뮤니케이션 전달 매체인 포스터는 매회 영화제의 포스터마다 각기 다른 콘텐츠를 반영하며, 포스터의 표현 요소도 서로 다른 상징성을 표현하는 등 개성과 문화적 의미를 담고 있다. 영화제는 지속성, 대중성 등의 특징이 있어 영화제의 이러한 특성과 사회적 영향 등의 차원에서 포스터를 연구할 가치가 높다. 따라서 본 연구는 23장의 상하이 국제 영화제 포스터를 대상으로 롤랑 바르트 기호학 2단계 의미작용을 통해 영화제 포스터의 표현 요소인 포스터 이미지와 내포 이미지를 1차 의미작용으로 분석하여 나타나는 외시적 의미, 2차 의미작용에 대한 포스터의 내포적 의미작용 연구한다. 즉 공시적 의미를 분석한다. 이와 같이 1차 의미작용은 포스터의 표현 요소를 통해 외시적 의미를 전달하고 2차 의미작용의 새로운 공시적 의미를 부여하는 것으로 영화제 포스터는 축제 특성과 문화라는 내포적 의미가 담고 있음을 도출할 수 있다.


The Shanghai International Film Festival was first held in 1993 and has been held 23 times so far. Posters, which are the medium of promotion and communication of the festival, reflect different contents for each poster of the festival, and the expression elements of the posters also contain different symbolism, including individuality and cultural meaning. Film festivals have characteristics such as persistence and popularity, so it is worthwhile to study posters in terms of such characteristics and social impact of film festivals. Therefore, this study aimed at 23 Shanghai International Film Festival posters through Roland Barthes semiotics second-stage semantic action to analyze the poster image and nested image, which are the expression elements of the festival poster, as the action of the first meaning, A study on Foster's implicit signification on the action of second meaning. That is, the entity analyzes the disclosure implications. As such, the action of the first meaning conveys an extrinsic meaning through the expression element of the poster and gives a new synchronic meaning of the action of the second meaning. have.

KCI등재

6디자인 기반의 학문 융합 교과목 개발 -디자인과 인문 사회 계열 간의 통합 교과목을 중심으로-

저자 : 금진우 ( Keum¸ Jin Woo )

발행기관 : 한국일러스아트학회 간행물 : 조형미디어학 24권 3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48-55 (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오늘날 급격한 사회 변화는 산업과 지식에 대한 사회적 인식을 변화시켰고, 새로운 기술과 문화를 바탕으로 한 시스템을 만들어 내고 있다.
대학에도 지식과 정보 기반의 변화로 인해 새로운 교육이 요구되고 있다. 이는 교육자 중심의 교육 체계를 개선하여 산업 현장에서 요구하는 실무적 교육 내용을 중심으로 하는 것이며, 하나의 전공 지식으로 한 가지 일을 수행하는 것이 아니라 다양한 환경에 맞추어 문제를 해결하는 복합적 능력을 기르는 것이다. 이런 변화에 대한 대응으로 대학 교육에서는 핵심 역량을 기반으로 하는 교육에 대한 관심이 증대되었고, 실무에 적용 가능한 교육으로 개편하고 있다.
지금까지 디자인과 관련된 융합 교육은 주로 디자인과 공학을 연계하거나 디자인과 경영학을 연계해 온 것이 전부이다. 이것은 대학에서 일반교양 과정이나 디자인을 제외한 다른 전공 학생들에게 학문으로서 디자인을 제공한 것은 아니다.
이런 관점에서 본 연구의 목적은 디자인을 기반으로 하는 인문과 사회 계열의 융합 교과목을 개발하고 제시하는 것이다. 대학교의 교육 목표와 가치를 기반으로 하여 여러 분야의 학문적 역량 요구와 산업 현장의 요구를 수용하여, 이를 교과목에 반영하였다.
여기에서 제시된 교과목은 특정 대학교의 실태에 맞추어 개발되었기 때문에 다른 대학에서도 동일하게 활용하거나 적용할 수는 없다. 하지만 현재 대학의 상황에서 융합 전공을 늘려가는 추세에 따라, 공학관련 전공이 없는 대학교의 교양 교과목 확대나 혹은 기존의 전공과 전공을 연계하는 연계 교과과정에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다.


Today's rapid social change has changed the social perception of industry and knowledge, and is creating a system based on new technology and culture.
New education is also required in universities due to changes in knowledge and information base. This is to improve the education system centered on educators and focus on the practical educational contents required in the industrial field, and it is to cultivate complex ability to solve problems according to various environments, not to perform one job with one major knowledge. In response to these change, interest in education based on core competencies has increased in university education, and it is being reorganized into education that can be applied to practice.
Until now, the convergence education relate to design has mainly liked design and engineering or design and business administration. This is not to say that the university did not provide design as a discipline to students of any major other than general liberal arts courses or design.
From this point of view,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develop and present design-based convergence subjects in the humanities and social science. Based on the educational goals and values of the university, the demands for academic competency in various fields and the demands of industrial sites were accommodated and reflected in the subjects.
Since the subjects presented here were developed according to the actual conditions of a specific university, they cannot be used or applied equally at other universities. However, according to the trend of increasing the number of convergence major subjects in the current university situation, it will be helpful to exppand liberal arts subjects at universities that do not have engineering major or to link curriculums that link existing majors and majors.

KCI등재

7레트로 브랜드의 제품범주 적합성의 커뮤니케이션 효과

저자 : 서송이 ( Suh¸ Song Yi )

발행기관 : 한국일러스아트학회 간행물 : 조형미디어학 24권 3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56-64 (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최근 유통 매장에서는 과거 유명한 브랜드를 새로운 제품에 활용하는 레트로 브랜드 전략과 브랜드 확장 전략을 통해 소비자의 추억이나 향수를 자극하여 소비자의 흥미를 유발하고 기업의 매출을 증대시키고 있다. 레트로 브랜드 전략의 중요성이 증대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식품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의 실증적 연구가 부족한 상황이다. 따라서 본 연구의 목적은 제품범주 적합성을 기준으로 확장 브랜드의 효과를 분석하는 것이 목적이다. 선행연구를 통해 도출한 연구문제 검증을 위해 154명의 성인을 대상으로 제품범주 적합성에 따라 두 가지 스낵 브랜드를 활용하여 소비자의 인식을 비교분석하였다. 실험자극물은 편의점에서 판매하고 있는 팝콘 브랜드를 선정하였다. 통계 분석 결과 제품범주에 적합한 브랜드가 적합하지 않은 브랜드 보다 인지, 인지적 가치, 쾌락적 가치, 선호도 및 구매의도 모두 유의하게 높은 것으로 검증되었다. 그러나 혁신성에서는 통계적 차이가 유의하지 않았다. 이러한 연구 결과는 레트로 브랜드를 활용할 경우 모 브랜드와 확장 브랜드 사이에 제품범주가 동일하거나 유사할 때 레트로 브랜드 효과가 높다는 것을 말해준다. 본 연구는 최근 활성화 되고 있는 편의점 자체 브랜드의 레트로 브랜드 전략에 대한 소비자의 정보처리 과정을 실증적으로 분석한 연구라는 점에 의의가 있다. 본 연구는 저관여 제품인 스낵 브랜드에 한정하였다는 점에 한계가 있다. 향후 연구에서는 고관여 브랜드와 비교하는 연구가 이루어진다면 더욱 의미 있는 시사점을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


Retail stores have recently driven sales with famous retro brands by triggering feelings of nostalgia and interest in consumers. Despite the significance of retro brand strategies, there is a lack of sufficient literature on the subject. Thus,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analyze the effect of extended brands according to the product category fit. Data were obtained from a sample of 154 adults to perform a comparative analysis of consumers'perception according to product category fit of two snack brands. This study has selected specific popcorn brands available at convenience stores. Statistical analysis show that recognition, cognitive value, hedonic value, preference, and purchase intention are high among brands with a higher degree of product category fit. However, there are no statistically significant differences in innovativeness. The results of this study demonstrate that there is a high retro brand effect when the product category of the retro brand fits the parent brands and extended brands. This study provides an empirical analysis of consumers' information processing of retro brand strategies of private brands by convenience stores. Regardless, the limitations in this study include use of low-involvement products of snack brands, thus it is suggested for future researchers to compare low-involvement and high-involvement products to gain further insight.

KCI등재

8박물관 CI 디자인 연구 -중국 5개 박물관 CI 사례 분석을 중심으로-

저자 : 장효뢰 ( Zhang¸ Xiaolei ) , 신인식 ( Shin¸ Insik )

발행기관 : 한국일러스아트학회 간행물 : 조형미디어학 24권 3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65-73 (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전시 전달 매체 중 사용빈도가 가장 높은 시각적 매체인 박물관 CI의 적절한 디자인 표현 방법의 제시를 통하여 보다 효과적인 박물관 전시 커뮤니케이션을 구축하는데 목적이 있으며, 이를 위하여 중국 5개 박물관 CI를 수집하여 기호학적으로 분석하였다. 분석결과 중국 박물관 CI는 문자에서 착안한 형상을 주로 사용하였고, 색상은 중국인이 선호하는 중국 전통색상인 빨간색을 주색상으로 사용하였다. 중국 박물관 CI는 박물관이라는 특성을 상대적으로 잘 표현하고 있으며, 대중들이 CI를 보고 상징성을 파악하기 용이하도록 구성하다는 점에서 장점이 있으나 형상 및 색상이 전체적으로 유사한 경우가 많아 박물관 CI를 혼동할 수 있고, 박물관 아이덴티티를 표현에 어려움이 있다는 단점이 있었다. 따라서 중국 박물관 CI는 박물관 건물 외형의 독특한 요소나 유명 소장품 등 박물관이 가진 특징을 부각하여 CI 형상에 반영할 필요가 있으며, 중국 전통색상보다는 지역적 특징, 박물관의 특징을 표현할 수 있는 독자적인 색상을 사용한 CI 개발이 필요하다고 본다.


This study evaluates the museum CI design, the most frequently used visual medium among exhibition media.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find ways to build more effective museum communication by presenting appropriate museum CI design representation methods. To this end, this study collects CI designs from five Chinese museums and analyzes them semiotically. The analysis of this study demonstrates that the Chinese character shapes and the color red, which is a traditional Chinese color preferred by the Chinese, are mainly used in the Chinese museum CI design. This study confirms that the Chinese museum CI design expresses the characteristics of the museum relatively well and has advantages in that it is organized to make it easier for the public to see CI and understand its symbolism. However, this study also analyzes that the shapes and colors of Chinese museum CI design are often similar in general, and can not express the identity of each museum in China. Therefore, this study proposes that the Chinese museum CI design highlights the characteristics of the museum, such as unique elements of the exterior of the museum building or famous collections, and reflects them in the shape of the CI design. Moreover, this study suggests that Chinese museum CI design requires the development of CI using independent colors that can express regional features and museum characteristics rather than traditional Chinese colors.

KCI등재

9소비자 생활패턴 속에서 브랜드의 총체적 경험 디자인에 관한 연구 -식품 및 외식 브랜드 중심으로-

저자 : 김시연 ( Kim¸ Si Yeun )

발행기관 : 한국일러스아트학회 간행물 : 조형미디어학 24권 3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74-82 (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논문은 식품 및 외식 브랜드가 변화를 겪는 속에서, 어떻게 하면 소비자의 생활패턴과 어우러지는 브랜드 커뮤니케이션을 할 수 있는지에 관한 구체적 연구를 통하여 브랜드에 변화가 필요한 상황에 도움이 될 뿐 아니라, 미래에 브랜드 커뮤니케이션이 나아갈 방향 제안을 하고자 한다.
하나의 제품 혹은 영역에서 브랜드가 머물던 시대에서 브랜드의 커뮤니케이션 영역 자체가 다양한 방면으로 확대되어가고 있는 것이 요즘의 현상이다. 이제 소비자들은 브랜드를 하나의 제품으로 인식하던 시대에서 브랜드를 하나의 라이프스타일로, 더 나아가서는 정체성으로 인식하는 시대로 변하였다. 이러한 시대의 변화를 잘 인지하고 소비자의 라이프스타일을 관찰한 후, 소비자 생활패턴 속에서 브랜드의 총체적 경험을 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브랜드 전략의 전체적이 흐름이 될 것이다. 이러한 접근을 시도하는 브랜드의 예시와 다양한 이론적 근거들을 토대로 또 다른 변화가 필요한 브랜드에 지침이 될 수 있을 것이다. 또한, 특정 브랜드의 전략에서 머무는 것이 아니라 소비자 라이프스타일과 생활패턴을 분석하는 접근으로, 모든 브랜드의 커뮤니케이션 확장 및 변화 시에 참고될 제안이 될 것이다.
다양한 브랜드 경험 및 커뮤니케이션을 하고자 하는 모든 브랜드에서 참고될 수 있으며 특히 소비자 라이프스타일에 관여하는 브랜드의 지침이 될 것이다. 또한, 소비자학, 사회학, 심리학 등의 분야와의 공동 연구를 통하여 추후 더 깊이 있는 융합적 연구로 발전시킬 수 있을 것이다.


This research focuses on food and restaurant brands, developing brand experience strategies relating to the changes of consumer living pattern. Through this research, it will help brands go through changes when it is needed, and also propose brand communication and brand experience design for the future .
Compared to a limited boundary of product or category brand communication in the past, now is the time when brand communication boundaries are expanding and desolving. Consumers used to relate brand with products. But now consumers relate brand with their life styles and their self identity. Knowing these changes and observing consumer life styles, then letting consumers have holistic brand experience in there life pattern will be the way of making new brand strategies. This research looks into many examples of brands that use this strategy to give background and theoretical knowledge. It may set basic guidelines for other brands that need changes in brand experience approach. It does not focus on specific example but rather analyzes consumer life pattern changes so that it may be reference for broader cases.
This research may consult many brands that need changes in their brand communication strategy, focusing on consumer life style changes. This research may broaden in spectrum through future researches that collaborate with consumer science, social science and psychology.

KCI등재

10소셜네트워크를 기반으로 한 도시 문화 관광기념품의 키워드 분석

저자 : 정수군 ( Cheng¸ Xiu Jun ) , 이상영 ( Lee¸ Sang Young )

발행기관 : 한국일러스아트학회 간행물 : 조형미디어학 24권 3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83-91 (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논문은 TEXTOM 플랫폼을 통해 최근의 5년 동안 '도시 문화 관광기념품' 키워드와 관련된 8,354건을 수집하여 중요 키워드 76개를 추출하고 Ucinet 프로그램을 사용하여 CONCOR 분석을 실시하였다. 첫째, 분석 결과 4개의 그룹이 형성되었으며, 1그룹은 '도시 문화 관광기념품의 다양한 관점', 2그룹은 '도시 문화 관광기념품 디자인 연구', 3그룹은 '도시 문화 관광기념품의 문화 확산', 4그룹은 '도시 문화 관광기념품과 여행'으로 명명하였다. 둘째, 선행 연구에서 도출된 가치 지향(가치, 만족성, 상징성 등), 실용성(실용성, 기능성), 예술성(예술, 시각성) 등의 유사한 개념이 텍스트로 확인되었다. 셋째, 1그룹은 디지털 환경 관련 내용(정보, 웹)이 나타나고 있으므로 도시 문화 관광 기념품 개발이나 판매과정에서 디지털 환경 조성의 실현이 필요하다고 판단된다. 넷째, 2그룹의 '연구'는 단독 텍스트로서 연구 부문이 다양하고 세분화된 소비자의 요구 특성과 도시문화 관광 기념품의 개발 전략에 관한 연구가 이루어지고 있음을 알 수 있다. 다섯째, 3그룹은 지역 특색 및 전통적 고유성의 반영에서 한걸음 나아가 산업화된 미래적, 국제적, 시대적인 트렌디한 감성이 필요하다는 중요한 관점을 보여주고 있다. 여섯째, 4그룹은 도시 문화 관광 기념품 분야의 활성화를 위해서는 다양하고 재미있고 안전한 여행이 되도록 인프라가 구축되는 것이 필요하다는 원론적인 인식을 재확인 할 수 있다. 아울러 여행사와의 연계적 차원의 도시 문화 관광 기념품 개발 및 판매에 대한 고려가 필요하다는 시사점도 얻을 수 있을 것이다.


This paper collects 8,354 cases related to the keyword 'Urban Culture Tourism Souvenirs' over the past 5 years through the TEXTOM platform, extracts 76 important keywords, and implements the Ucinet program was used for CONCOR analysis. First, as a result of the analysis, four groups were formed. Group 1 is 'Various perspectives of urban culture and tourism souvenirs', Group 2 is 'Research on design of urban culture tourism souvenirs', Group 3 is 'Cultural diffusion of urban culture tourism souvenirs', Group 4 is 'Urban culture tourism souvenirs and travel'. Second, similar concepts such as value orientation (value, satisfaction, symbolism, etc.), practicality (practicability, functionality), and artistry (art, visuality) derived from previous studies were confirmed as texts. Third, since the contents (information, web) related to the digital environment are appearing in Group 1, it is judged that it is necessary to realize the creation of a digital environment in the process of developing or selling urban cultural tourism souvenirs. Fourth, 'Research' of the second group is a single text, indicating that research is being conducted on the characteristics of consumer needs and the development strategy of urban culture tourism souvenirs in various and subdivided research areas. Fifth, the 3rd group shows an important point of view that industrialized futuristic, international, and trendy sensibility of the times is necessary, going one step further from the reflection of regional characteristics and traditional uniqueness. Sixth, the 4th group can reaffirm the principled perception that it is necessary to build an infrastructure for various, fun and safe travel in order to activate the urban culture tourism souvenir field. In addition, it will be possible to obtain an implication that it is necessary to consider the development and sale of urban culture tourism souvenirs in connection with travel agencies.

12
권호별 보기
같은 권호 다른 논문
| | | | 다운로드

KCI등재

1알폰스 무하의 < 살롱 데 상 > 포스터의 형성 및 양식적 특징

저자 : 강순천 ( Soon Chun Kang )

발행기관 : 한국일러스아트학회 간행물 : 조형미디어학 19권 1호 발행 연도 : 2016 페이지 : pp. 3-11 (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알폰스 무하가 전개한 매우 다양한 영역의 디자인 활동 중에서도, 특히 광고 포스터는 그의 그래픽 양식을 이끌어 간 대표적 조형장르라고 할 수 있다. 무하의 광고 포스터들 대부분은 19세기 말과 20세기 초의 파리에서 제작되었는데, 당시 유행한 아르누보 양식의 화려하고 섬세한 장식성과 감각적인 성격이 무하 특유의 개성적 스타일을 통해 잘 반영되어 있다. 알폰스 무하의 포스터들은 포맷, 구도, 묘사의 양식화와 장식성의 정도, 상징성과 같은 점에서 매우 다양한 면모를 보여주지만, 표현양식 면에서 크게 두 가지 유형의 그룹으로 나누어 볼 수 있을 것이다. 하나는 구체적이고도 면밀한 설명적 묘사와 세밀한 장식성을 추구하는 유형으로서, 그의 포스터의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다. 다른 하나는 전자보다 나중에 새롭게 형성된 유형으로서, 보다 단순간결하게 압축된 묘사와 절제된 장식성을 통해 대담한 이미지를 추구하는 스타일의 포스터들로 이루어져 있다. 이 그룹의 포스터들은 그 수가 많지는 않으나, 무하의 대부분의 포스터에서 구사되는 전형적인 표현방식에서 벗어나, 단순하게 왜곡시킨 평면적 형태와 화면 구성을 통해 매우 인상적인 시각적 임팩트를 발휘하고 있다는 점에서 주목된다. 이 새로운 포스터 양식은 그가 1896년 발표한 < 살롱 데 상 Salon des Cent 제 20회 전시회 > 포스터에서부터 시작되었는데, 이후 그의 몇몇 포스터들로 이어지면서 하나의 특징적 그룹을 형성하게 된다. 이 점에서 < 살롱 데 상 제 20회 전시회 > 포스터는 무하의 포스터 디자인 연구에서 중요한 의미를 갖는다. 이 포스터에는 당대 혹은 앞선 시대의 회화나 포스터에 대한 무하의 관심과 그로부터 받은 영향들이 복합적으로 반영되어 있다. 그러므로 이 논문은 < 살롱 데 상 >에서 시도된 새로운 변화와 그 변화를 가져왔다고 추정되는 다양한 요인들에 대해 논의하는 한편, 이와 유사한 유형의 포스터 사례들을 조형적으로 분석함으로써 무하 포스터 디자인의 성격을 조명한 글이다.

KCI등재

2음양오행으로 해석한 알파벳 로고마크(alphabet logo-mark)

저자 : 경노훈 ( No Hun Kyung )

발행기관 : 한국일러스아트학회 간행물 : 조형미디어학 19권 1호 발행 연도 : 2016 페이지 : pp. 11-19 (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영문자 로고마크(logo-mark)는 대부분 이름의 첫 자를 따서 만들어진 이름으로 디자인된다. 특히 글로벌 시대에는 영문자를 사용한 기업의 로고마크가 자국의 문자보다 더 많이 디자인되고 있다. 한국 기업의 로고마크 역시 예외가 아니다. 이 논문에서 주요 연구 대상은 세계화 시대의 알파벳 로고마크의 단어 조합을 한국의 고유사상인 음양오행으로 분류하여 오행에 따라 로고마크를 상생 관계가 되도록 조합하고 그것을 서양 미학에 따라 디자인하는 방법을 제시하고자 한다. 음양오행은 우주가 생성될 때 우주 만물이 음과 양으로 나누어지고 이것이 다시 합쳐지면서 상생과 상극 관계로 조합된 것을 의미한다. 음양오행에서 모든 사물은 음과 양으로 나누어지고 오행은 다시 목, 화, 토, 금, 수로 분류된다. 오행의 상생 관계는 목생화, 화생토, 토생금, 금생수, 수생목으로 조합된다. 반대로 상극 관계는 수극화, 화극금, 금극목, 목극토, 토극수로 조합된 것이다. 그러므로 로고마크는 음양오행에 따라 상생 관계가 되도록 디자인될 수 있다. 음양오행에 의한 로고마크는 단순히 상생관계뿐만 아니라 한국 전통 사상과 미학을 접목한 유일한 디자인이 될 수 있다. 영문자 알파벳은 총 26자로 대문자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와 소문자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로 분류되어 사용된다. 이 중에 A, E, I, O, U 는 모음으로 분류되고 나머지 21자는 자음으로 분류된다. 알파벳 로고마크는 한 자 또는 두 자 이상의 단어가 조합되어 로고마크 또는 심벌마크로 디자인된다. 알파벳의 로고마크가 한국의 전통 사상인 음양오행에 의해 디자인될 때 비로소 미학적인 아름다움을 갖는다고 할 수 있다. 이 논문에서 제시된 알파벳 로고마크의 디자인은 음양오행에 따라 조합되었고 해석되었다.

KCI등재

3글로벌 브랜드 웹사이트 컬러의 시계열 분석

저자 : 공현희 ( Hyun Hee Kong )

발행기관 : 한국일러스아트학회 간행물 : 조형미디어학 19권 1호 발행 연도 : 2016 페이지 : pp. 21-29 (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글로벌브랜드의 웹사이트 컬러 특성을 분석하여 브랜드가 속한 업(業)의 속성 측면에서 브랜드 이미지 제고에 어떻게 기여하는가를 연구하였다. 지난 15년간 5년 주기로 인터브랜드가 선정한 글로벌 10대 브랜드에 속한 코카콜라, 마이크로소프트, GE, 맥도날드 웹사이트에서 추출된 컬러들을 Tone과 Hue&Tone898을 이용하여 각 컬러들의 명도와 채도를 알아보고 단색이미지와 배색이미지를 분석해 컬러들 사이의 관계를 분석한 후, IRI 색채연구소의 형용사 이미지 스케일내 컬러 분포를 살펴보았다. 분석 결과, 첫째, 메인페이지에 적용된 메인, 서브, 액센트 컬러의 배색기법은 하위페이지까지 일관되게 적용되고 있어 그러한 배색기법의 일관성이 브랜드 웹사이트의 아이덴티티뿐 아니라 브랜드 이미지를 일관성 있게 유지해 주고 있었다. 둘째, 각 브랜드가 속한 업종의 특성에 맞는 컬러들이 적용되고 있었다. 셋째, 각 웹사이트 컬러배색의 형용사 이미지 공간은 시간의 흐름에도 불구하고 일관성을 갖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즉, 기업은 전통적 커뮤니케이션 미디어 이외에 점차 중요도가 높아지고 있는 웹페이지를 통해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강화하고자 하고 있으며, 브랜드 아이덴티티의 유지 또는 강화를 위해 웹사이트의 컬러배색 등 전체적인 컬러디자인의 일관성을 지키고 있었다. 소비자에게 바람직한 이미지를 심어 줄 수 있는 컬러들을 액센트 컬러로서 웹사이트 디자인에 사용하고 있었고 그 액센트 컬러를 통한 이미지 전달효과가 커질 수 있도록 서브컬러 등을 배색하여 적용하고 있는 것이다. 결론적으로, 마케팅 관점에서 웹사이트는 다른 전통적인 미디어들에 비해 양방향 소통을 통한 체험마케팅의 중요한 수단으로 활용되고 있었으며, 그 중 웹사이트 컬러는 고객의 체험에 있어 시각적, 감각적 반응을 이끌어 내는 데 가장 중요한 요소로서 활용되고 있었다.

KCI등재

4파울 클레에 나타난 조형요소들

저자 : 김미옥 ( Mi Ok Kim )

발행기관 : 한국일러스아트학회 간행물 : 조형미디어학 19권 1호 발행 연도 : 2016 페이지 : pp. 31-39 (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그는 이집트 고대문명, 자연사에 대한 관심을 바탕으로 음악적 운율과 신비로운 색채를 강조했고 단순한 조형 만으로도 심리적인 감동을 줄 수 있음을 보여 주었다. 이성과 직관적 감정사이에 조화를 추구함으로써 그는 단지 ``눈``만이 아니라 여러 감각기관과 상상력까지도 포함한 전 존재로 자연과의 우주적 교감을 나눔으로써 경이로운 생명의 비밀을 깨닫게 되고 그것의 깊이를 엿보게 된다. 결국 그는 화가일 뿐만 아니라 자연의 탐구자이자 철학자이며 시인이고 음악가였다. 본논문의 목적은 인간과 자연속에서 경험되어진 것을 우주적인 것과 관련하여 변화무쌍한 형상들을 재현하기 보다는 자연의 존재 및 형성과정을 직관적으로 단순한 선을 통한 조형언어로 상징화한 클레의 조형예술에 대해 알아보는 것이다.

KCI등재

5디지털 환경변화에 따른 옴니채널의 등장과 브랜드 경험

저자 : 김수진 ( Sue Jin Kim ) , 김민(교신저자) ( Min Kim )

발행기관 : 한국일러스아트학회 간행물 : 조형미디어학 19권 1호 발행 연도 : 2016 페이지 : pp. 41-49 (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브랜드 경험이란, 브랜드의 가치와 개념에 상응되는 경험을 소비자들에게 전달하는 것으로, 경험(Experience)의 가치에 주목하여 브랜드 아이덴티티 확립을 돕고 있다. 경험의 가치가 높아짐과 동시에 스마트폰, 태블릿, PC 등의 스마트 기기가 무선인터넷, GPS와 같은 정보통신기술(ICT)을 통해 디지털 미디어(Digital Media)의 발달을 가속화시키며 소비 패러다임에 스마트 커머스(Smart Commerce)라는 큰 변화를 가져옴에 따라, 스마트 기기를 통한 브랜드와 소비자 간의 관계와 경험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현대 소비자들이 단순 구매에 한정되는 것이 아니라 디지털 세대의 특성에 따라 스마트 기기를 통하여 자신의 경험과 주관적인 만족을 위해 소비하며 일방적 소통보다는 상호작용, 즉 직접 참여하여 교류하는 쌍방향의 능동적인 커뮤니케이션 방식을 선호하면서 실질적인 경험의 필요성이 더욱 강조되었다. 이런 흐름에 따라 온라인과 오프라인의 경계를 허물고 쇼핑에서 유통, 마케팅까지 통틀어 하나의 브랜드를 통합적으로 소비자가 경험할 수 있게 해주는 플랫폼인 옴니채널(OMNI-Channel)이 등장하였고, 이는 브랜드가 가지고 있는 채널들을 전략적으로 활용하여 타 브랜드와 차별화할 수 있는 새로운 경험적 접근의 방향을 제시하고 있다. 본 연구에서는 스마트폰, PC, 오프라인 매장 등 이용 가능한 모든 쇼핑 채널을 통하여 고객 경험이 끊이지 않게 집중하는 옴니채널을 기반으로 새롭게 형성되고 있는 브랜드 경험의 개념을 정의하고 국내외 시도되고 있는 사례들을 통해 소비자의 다양한 경험 욕구를 충족시키고 있는 옴니채널의 분류별 특징을 분석하여 변화하고 있는 브랜드 경험 전략과 그에 따른 발전방향을 모색하고자 한다.

KCI등재

6디자인사고의 방법론과 효과적 적용에 관한 연구

저자 : 김시연 ( Si Yeun Kim )

발행기관 : 한국일러스아트학회 간행물 : 조형미디어학 19권 1호 발행 연도 : 2016 페이지 : pp. 51-57 (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디자인사고(design thinking)라는 개념이 흔하게 사용되는 시점에 이르렀음에도 불구하고 특히 우리나라에서는 이를 효과적으로 적용하는 사례는 드문 현실이다. 본 연구에서는 디자인사고(design thinking)의 핵심적 개념과 이를 방법론으로 만들거나 도구tool화 시켜 놓은 대표적 사례들을 통해 그 근본을 파악한 후, 핵심용어(keyword)로서의 역할은 알지만 많은 경우 그 본질적 역할이나 목적에는 실질적으로 못 미치는 경우도 많은 상황에서 조금 더 현실적으로 적용시킬 수 있는 방안을 제안하고자 한다. 추상적일 수 있는 디자인사고(design thinking)라는 개념에 구체적 방법론을 제시한 몇 가지 사례들을 살펴보는 것은 디자인사고(design thinking)을 이해하는데 도움이 될 뿐 아니라, 현실적인 적용방법을 모색하는 데에도 필수적일 움직임이다. 본 논문에서는 스탠포드대학교의 디자인학교인 디스쿨(dschool(Stanford University Institute of Design)), 아이디오(IDEO)의 디자인사고(design thinking) 방법론 중 현업에서 실질적으로 많이 적용되는 인간중심 디자인 툴키트HCD Toolkit(Human Centered Design Toolkit), 프로그디자인(Frog Design)의 통합적 실행 툴키트(Collective Action Toolkit)를 바탕으로 하여 디자인 사고의 흐름을 분석한다. 그리고 이로부터 집단적 성격을 강조하고 팀워크(team work)를 필요로 하는 부분들에 초점을 맞추어, 실용적으로 우리 기업의 문화와 프로젝트 프로세스에 실제적으로 적용 가능한 형태의 시스템을 제안한다.

KCI등재

7긍정 및 부정 정서어휘에 대한 색 반응 연구

저자 : 김애경 ( Ae Kyung Kim ) , 오윤경 ( Yun Kyoung Oh )

발행기관 : 한국일러스아트학회 간행물 : 조형미디어학 19권 1호 발행 연도 : 2016 페이지 : pp. 59-65 (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연구는 긍정적 정서어휘와 부정적 정서어휘에 반응하는 색을 분석하여 정서와 색의 관계를 구체적으로 규명하고자 하였다. 연구에 사용된 정서 어휘는 긍정 정서 어휘로 애정, 좋아함, 열중함, 기쁨, 축복, 만족, 자존 등의 어휘와 부정 정서 어휘로 공포, 전율, 근심, 슬픔, 고통, 애통, 죄책감, 분노, 괴로움, 원한, 경멸, 질투 등의 19개이다. 분석 자료는 대학생 143명을 대상으로 정서어휘를 제시하고 즉각적으로 연상되는 색을 선택하게 하였다. 연구결과를 살펴보면 첫째, 전반적으로 정서어휘에 대한 연상색은 Red를 가장 많이 선택하였으며, 긍정정서 어휘에서는 Red와 Yellow 색상이 대대수이고, 색조는 Vivid, Bright로 연상되어 나타났으며, 부정 정서어휘에서는 Red와 Purple Blue, Red Purple의 색상과 색조는 Dark, Vivid, Deep으로 연상되었다. 둘째, 질투의 정서와 경멸의 정서에서는 Red계열 색상으로 동일하게 나타나 두 정서는 유사하게 연상된다고 할 수 있으며, 공포, 근심, 원한, 괴로움, 경멸, 죄책감 등의 부정 정서어휘는 Dark가 높게 나타났으며, 열중함, 전율, 기쁨 등의 긍정정서 어휘에서는 Vivid 색조가, 분노와 애정의 정서어휘에서는 Red 색상이, 기쁨의 정서어휘에서는 Yellow 색상이 특징적으로 나타났으며, 공포의 정서어휘에서는 Black과 저명도의 무채색이 두드러짐을 알 수 있다.

KCI등재

8한국 현대미술에 나타난 창의적 기법 연구 1 -평면작품을 중심으로-

저자 : 김용선 ( Yong Sun Kim )

발행기관 : 한국일러스아트학회 간행물 : 조형미디어학 19권 1호 발행 연도 : 2016 페이지 : pp. 67-75 (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21세기는 어제의 사고와 개념만으로는 살아갈 수 없는 새로운 도전의 세기이며, 그 무엇보다 상상력과 창의성이 요구되는 시대이다. 창의성은 변화하는 미래사회를 살아가는데 필수불가결한 요소로 자리 잡았고, 새롭고 독창적인 결과물을 산출 하지만 전통과 본질적 관습과 요소들을 완전히 파괴해야 만이 창출되는 것은 결코 아니다. 주어진 문제나 대상을 SCAMPER기법의 일곱 가지 조건에 의거하여 변형하거나 재구성함으로써 오는 결과도 무한하기 때문이다. 이 기법은 자율적이고 능동적인 브레인스토밍 기법과는 다르게 인위적이고 의도적인 운용으로 새로운 의미를 창출하는 방법이다. 다각적이고 고차원적인 사고능력으로 제작한 현대미술가의 작품제작 근거를 특정기법으로 한정하는 것은 문제가 있다. 이와 같은 오해를 불식하기 위하여 본 논문은 일곱 가지 발상법에 근거하거나 유사한 방법으로 제작한 한국현대미술 작품을 주목하였다. 이를 위해 평면과 입체작품을 구분하여 연구 할 것이며 본 연구에서는 14명의 평면작품을 중심으로 선별하여 주제의 상징성이나 개념에 앞서 표현방법과 양식에 비중을 두어 분석하였다. 한국미술의 작가들과 그들의 작품을 통해 얻은 몇 가지 결론은 다음과 같다. 첫째, 시공간을 자유롭게 넘나드는 개방적인 사고의 소유자들로부터 새로운 작품이 탄생한다는 것이다. 둘째, 주변의 다양한 정보와 요소들을 민감하게 관심을 보이고 탐색해나가는 작가들로부터 창의적인 작품이 만들어진다는 것이다. 셋째, 불가능한 현실로부터 새로운 표상을 만들어내는 상상력의 작가들로부터 신선한 창작물이 생산되었다는 것이다. 마지막으로 대상을 세부적으로 파악하고 정교하게 다듬는 작가들을 통해 독창적인 작품이 제작되었다는 사실이다.

KCI등재

9팀 버튼 작품에서의 매직리얼리즘에 관한 고찰 -< 유령신부 > 중심으로-

저자 : 김정환 ( Jeung Hwan Kim )

발행기관 : 한국일러스아트학회 간행물 : 조형미디어학 19권 1호 발행 연도 : 2016 페이지 : pp. 77-85 (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에서는 '판타지', '환상성'이라는 키워드로 널리 알려진 팀 버튼(Tim Burton) 작품에 대한 실증적 분석을 통해 팀 버튼의 작품 성향이 통념적 판타지에 국한된 것인지 혹은 매직리얼리즘으로 확장될 수 있는지를 규명해 보았다. 자칫 광의로 해석될 수 있고 주관적이며 상대적일 수 있는 매직리얼리즘을 논함에 있어서 다음 소주제에 제시된 연구범위 내에서 객관적 접근을 진행하였다. ① 근래 주목받고 있는 판타지물과의 개념적 차이는 무엇인가? ② 영화에서의 매직리얼리즘 요소들을 객관적으로 특정할 수 있는가? ③ 팀 버튼과 매직리얼리즘의 관련성을 객관적으로 증명할 수 있는가? ④ 팀 버튼의 장편 애니메이션 < 유령신부, Corpse Bride, 2005 >에 나타난 매직리얼리즘 성향과 이에 따른 감독의 의도된 연출을 특정할 수 있는가? 그 결과 팀 버튼의 < 유령신부 >에서 보여지는 매직리얼리즘의 특성은 크게 다섯 가지로 분류되었다. ① 판타지: < 유령신부 >에서의 판타지는 일련의 마술처럼 전개되는 '매지컬 판타지'로서 현실과 초현실을 연결시키는 장치로 활용됨을 알 수 있었다. ② 현실 세상 속 초현실: 현실을 중심으로 구축된 초현실적 이야기는 현실의 이야기를 재미있고 풍부하게 전할 수 있게 하는 중요한 소재로 쓰이고 있음을 알 수 있었다. ③ 다층적/중첩적 내러티브: 산 자와 죽은 자들의 격리된 이원적 세상은 두 세상에 대한 공간적 괴리를 더해 빅터와 유령신부의 애틋한 사랑을 정서적으로 극대화시키고 있음을 알 수 있었다. ④ 공간의 대비적 설정: 산 자들의 세상과 죽은 자들의 세상은 캐릭터디자인, 배경디자인, 색채 등 다양한 표현적 수단을 통해 강한 대비의 양상을 담고 있다. 이는 공간과 캐릭터 등 극의 매직리얼리즘적 미장센을 한층 더 강화시키고 있다. ⑤ 현실적 동기의 내재: 탐욕과 모순으로 가득찬 인간 사회. < 유령신부 >에서 표현되는 환상성의 이면에는 사회적 문제점에 대한 오류의 지적이 분명하게 나타나고 있는 것이다.

KCI등재

10동양 사상과 서양 사상의 시지각적 상징체계에 관한 연구 -음양오행과 롤랑 바르트 기호학 중심으로-

저자 : 김홍중 ( Hong Joung Kim ) , 김영호 ( Young Ho Kim )

발행기관 : 한국일러스아트학회 간행물 : 조형미디어학 19권 1호 발행 연도 : 2016 페이지 : pp. 87-97 (1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국내에서도 이제는 우리의 전통 철학, 사상에 기초한 미술 디자인 철학이 필요하다. 우리의 전통 사상 속에는 한민족 모든 계층과 광범위한 분야에 걸쳐 사용되어 오던 음양오행론이 있다. 이 이론으로 서양 디자인 철학으로는 설명할 수 없는 디자인 담론을 더욱 깊고 풍성하게 만들 수 있다. 연구의 목적은 동서양의 여러 철학, 사상 중에서 바르트의 기호학과 음양오행론으로 디자인 이미지 해석을 할 수 있는 분석 모형을 개발하여 동서양 각각의 관점에서 해석을 도출하는 것이다. 연구 문제로는 첫째, 동양 음양오행론과 서양 기호학은 어떤 연관성이 있는가? 둘째, 기호학과 음양오행론을 바탕으로 개발한 분석 모형을 근거로 디자인 이미지에 대한 동서양 각각의 해석을 어떻게 제시할 수 있을까? 셋째, 디자인에서 사용되고 있는 심벌, 엠블럼, 이미지 등을 기호학과 음양오행론을 융합해서 개발한 분석 모형으로 어떻게 적용할 수 있는가?로 정리했다. 이를 위해 문헌 고찰과 고증자료연구와 바르트의 기호학과 동양의 음양오행, 풍수 등을 조사해서 동서양 철학과 사상이 융합된 분석 모형을 만들어 광범위한 디자인 이미지를 분석할 수 있는 연구를 하였다. 그래서 기존에 제작된 디자인 이미지를 바르트의 기호학과 음양오행론을 바탕으로 융합해서 동서양 두 가지로 해석이 가능한 분석 모형을 만들고, 심벌, 엠블럼 등의 이미지를 해석할 수 있는 분석 모형을 제시하고 분석하였다. 그 결과 한국의 전통 사상인 음양오행론과 풍수를 바탕으로 서양의 상징체계와 융합하여 만든 분석 모델로 상징 이미지에 대한 동서양의 해석을 도출할 수 있었다.

발행기관 최신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발행기관 최신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