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문 상세보기

단국대학교 분쟁해결연구센터> 분쟁해결연구> 키르기스스탄 남부의 종족간 충돌에 관한 연구: 2010년의 사례를 중심으로

KCI등재

키르기스스탄 남부의 종족간 충돌에 관한 연구: 2010년의 사례를 중심으로

An Analysis of the Ethnic Clashes in Southern Kyrgyzstan: Focusing on the Case in 2010

강봉구 ( Bong Gu Kang )
  • : 단국대학교 분쟁해결연구센터
  • : 분쟁해결연구 9권3호
  • : 연속간행물
  • : 2011년 12월
  • : 187-219(33pages)
분쟁해결연구

DOI


목차


					

키워드 보기


초록 보기

2010년 6월 키르기스스탄 남부 페르가나 지역의 종족 충돌을 초래한 가장 큰 직접적인 원인은 바키예프 전 대통령 정권에서 억눌려 왔던 남부 우즈벡인들의 정치적 대표성에 대한 요구와 운동이 지역 키르기스인들의 배타적 민족주의 감정과 대립의 전선을 형성한 것이었다. 사태의 재발을 막기 위해 키르기스스탄 중앙정부와 오쉬, 잘랄-아바드 등 지방정부는 우즈벡인들의 정치적 대표성을 현저히 확대해야 할 것이다. 이시점에서 우즈벡 공동체가 우즈벡인들의 자치공화국이나 자치주의 요구 등 정치적 주장을 내세우는 것은 충돌 당사자간의 화해와 화합, 사회적 통합에 도움이 되지 못한다. 우즈벡인들의 분리주의는 키르기스인들의 배타적 민족주의를 정당화하고 이를 더 경직되게 만드는 요인이 될 뿐이다. 
Main reasons of the ethnic conflict in Ferghana valley in southern Kyrgyzstan in June 2010 were demand and movement for political representation of Uzbeks in Sourthern province oppressed by ex-Bakiev regime. Such actions from Uzbeks, consequently, were confronted with Kyrgyz people’s exclusive nationalism, which led to ethnic violence. Central government of Kyrgyzstan and local governments in Osh and Jalal-Abad need to largely expand political representation of Uzbek people in order to prevent the recurrence of ethnic conflict between Uzbek and Kyrgyz people. As of today, an assertion that Uzbek community in southern Kyrgyzstan raise political demand like an autonomous province or republic is not helpful to reconciliation and national integration. The Uzbeks’ separatism will only be likely to become a factor to legitimize and stiffen the exclusive nationalism of Kyrgyz people.

UCI(KEPA)

I410-ECN-0102-2016-300-000559906

간행물정보

  • : 사회과학분야  > 기타(사회과학)
  • : KCI등재
  • :
  • : 연3회
  • : 1738-365X
  • :
  • : 학술지
  • : 연속간행물
  • : 2003-2022
  • : 310


저작권 안내

한국학술정보㈜의 모든 학술 자료는 각 학회 및 기관과 저작권 계약을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이에 본 자료를 상업적 이용, 무단 배포 등 불법적으로 이용할 시에는 저작권법 및 관계법령에 따른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20권2호(2022년 08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읍면동 민주화'의 주민자치적 의미와 조건에 대한 시론적 고찰

저자 : 채진원 ( Jin-won Chae )

발행기관 : 단국대학교 분쟁해결연구센터 간행물 : 분쟁해결연구 20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31 (3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글의 목적은 읍면동 민주화의 주민자치적 의미와 주민자치회의 내실화 조건을 시론적으로 고찰하는 데 있다. 이를 위해 첫째, 풀뿌리 민주주의의 선진국인 미국의 사례를 통해 주민자치의 의미와 읍면동 민주화의 의미를 이론적으로 살펴본다. 둘째, 관제화된 한국 읍면동의 문제점을 비판적으로 살펴본다. 셋째, 읍면동 주민자치의 내실화를 위한 대안에 대해 논의한다. 넷째, 결론에서 전체를 요약하고 주민자치회의 내실화 조건에 대해 제언한다. 본 글은 주민자치회의 내실화를 위한 조건으로 로컬정당의 허용, 기초선거에서 중앙당 공천제의 폐지, 읍면동장 직선제 및 읍면동 의회의 구성, 읍면동통리 주민자치회의 선거제 도입을 제언한다.


The purpose of this article is to examine the meaning of residents' autonomy of “democracy of Town, Township, and Neighborhood,” and the conditions for the internalization of residents' associations. to this end, first, through the case of the United States, an advanced country of grassroots democracy, the meaning of resident autonomy and democratization in towns and villages are theoretically examined. second, it examines the problems of institutionalization of residents' autonomy in Korean Town·Township·Neighborhood. third, it discusses alternatives for improving resident autonomy in Town·Township· Neighborhood. fourth, in the conclusion, the whole is summarized and the conditions for the internalization of the residents' council are suggested. in this article, we propose the following four conditions for the internalization of the Residents' Council. 1) permission of local political parties, 2) abolition of the Central Party nomination system in the basic elections, 3) straight line system for Town, Township, Neighborhood heads and composition of Town, Township, Neighborhood councils, 4) election system for residents' self-government of Town, Township, and Neighborhood Introduction.

KCI등재

2『묵자』에서 정치적 의사소통에 나타난 불평등 연구

저자 : 고은강 ( Koh Eunkang )

발행기관 : 단국대학교 분쟁해결연구센터 간행물 : 분쟁해결연구 20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37-66 (3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겸애설로 알려진 묵자는 동아시아 고대철학에서 반전론(反戰論)을 강하게 내세운 사상가다. 묵자는 인간을 자기 자신의 이익을 최우선으로 추구하는 본성을 가진 존재로 보았다. 인간의 이기심이야말로 개인 간의 갈등, 집단 간의 분쟁, 국가 간의 전쟁의 원인이다. 묵자는 인간의 본성을 부정하지 않으면서 인간의 이기적인 본성에서 비롯되는 갈등, 분쟁, 전쟁을 피할 방법을 모색했다. 개인 간, 집단 간, 국가 간에 이익을 나누고 공동의 이익을 도모함으로써 자기 자신에게 돌아오는 이익을 크게 만드는 방식이다. 개인의 목숨, 집단의 재화, 국가의 영토를 걸고 벌이는 전쟁은 더더욱 개인의 이익과 국익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 이익을 서로 같이 취하는 것이 겸애의 실천이다. 겸애를 실천하기 위해 반드시 피해야 하는 것이 갈등, 분쟁, 전쟁이다. 묵자는 갈등, 분쟁, 전쟁을 피하기 위해서는 의견이 통일되어야 한다고 보았는데 「상동(尙同)」 편에서 제시한 '상동', 즉 '같음을 숭상함'이 바로 의견 통일을 의미한다. 본 논문은 『묵자』에 나타난 갈등과 분쟁 해소를 정치적 의사소통에 초점을 맞춰 분석하는 과정에서 『묵자』의 근본 사상인 겸애설과 겸애설에 근거를 둔 평등주의의 의미를 재검토한 논문이다. 겸애설에 근거를 둔 평등주의란 가장 근본적인 수준에서의 평등을 의미한다. 정치적 의사소통의 핵심인 '상동'은 위로부터 아래로 의견 통일이 이루어지는 하향식 의사소통이며 이를 정당화하는 근거는 '상현(尙賢)', 즉 능력주의다. '상동'과 '상현'에 의해 만들어진 사회에서 개개인은 불평등하다. 『묵자』에서의 평등은 개인의 자유를 희생한 결과로 만들어지는 평등이다. 개인의 자유가 고려되지 않은 평등은 생존권 수준의 가장 기초적인 개인의 권리를 보장할 뿐이다. 이렇게 본다면 『묵자』에 대한 통념 중 상당 부분은 묵자 사상에 대한 지나친 이상화라 할 수 있다.


Mozi is the philosopher arguing for anti-war in Early East Asian Philosophy. Mozi points out selfishness as the reason for individual conflicts, collective disputes, and war between states. Jianai or universal love is his solution to stop conflicts, disputes, and war. His valuing oneness is one of the major ways to practice universal love. According to his idea of valuing oneness, individuals having all different opinions should be hierarchically organized from the king of the state to an ordinary person in a village and their opinions should be unified into oneness. In this hierarchically organized political communication system, the king will be able to understand people's petitions and individuals will not need to dispute against others. Mozi's idea of valuing oneness is incompatible with individual freedom of thought but compatible with equality in some way. Individuals are equal on the level of basic instinct. Profits should be shared and human labor should not be abused. Productivity is crucial to satisfy individual needs. Conflicts, disputes, and war lower productivity dramatically. To prevent individuals and states from conflicts, disputes, and war, the process of political communication is important and individual difference in political opinion should be sacrificed. From the perspective of dispute resolution, equality driven from Mozi's thought means equality for basic needs on the elementary level rather than equality for comprehensive human rights.

KCI등재

3공공갈등 해결에 미치는 영향요인 분석: 정부신뢰, 시민단체, 이념대립, 공론조사를 중심으로

저자 : 김명상 ( Kim Myungsang ) , 김주경 ( Kim Ju-kyong )

발행기관 : 단국대학교 분쟁해결연구센터 간행물 : 분쟁해결연구 20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67-95 (2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최근 과학기술의 발달로 인해 시민들이 공공정보에 대한 접근이 용이할 뿐만 아니라, 공공갈등에 대한 정보도 쉽게 접근할 수 있다. 또한, 공공사업에 대한 시민들의 찬성과 반대의 의견도 적극적으로 제시할 수 있으며, 이로 인해 공공갈등의 양상도 다양화되었다. 따라서 공공갈등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다양한 요인들이 나타나는데 이러한 요인들을 실증적으로 분석한 연구는 미흡한 실정이다.
본 연구는 이러한 연구목적에서 공공갈등 해결에 미치는 영향요인을 정부신뢰, 시민 단체 신뢰, 시민단체 개입, 이념대립, 공론조사로 설정하고 실증분석을 실시하였다. 연구분석 결과, 정부에 대한 정부신뢰와 시민단체에 대한 신뢰는 공공갈등 해결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념대립이 심해질수록 공공갈등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본 연구 결과를 통하여 정부와 시민단체는 신뢰를 확보하기 위하여 노력해야 하며, 최근 이념대립에 대한 빈도와 강도가 높아짐에 따라 이에 대한 준비도 필요할 것으로 판단되었다. 향후 더 많은 연구대상 자료들이 축적된다면 보다 연구의 질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This study conducted an empirical analysis of the factors influencing public conflict resolution based on government trust, civic organization trust, civic organization intervention, ideological conflict, and public opinion surveys. As a result of the analysis, it was found that trust in the government and trust in civic organizations affect the resolution of public conflicts. It was found that the stronger the ideological conflict occurred, the more negatively it had a negative effect on public conflict. Through the results of this study, the government and civic organizations should make an effort to secure trust, and as the frequency and intensity of ideological conflicts have recently increased, it was judged that preparations are necessary. In the future, it is expected that the quality of the research will increase as more data subject to research are accumulated.

KCI등재

4다자 협상에서 복잡성 관리에 관한 탐색적 연구: 여주 제일시장 매각대금 분배협상 사례를 중심으로

저자 : 김학린 ( Kim Haklin )

발행기관 : 단국대학교 분쟁해결연구센터 간행물 : 분쟁해결연구 20권 2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97-133 (3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다자 협상은 단순한 구조의 양자 협상에 비해 복잡성을 특징으로 하는바, 다자 협상에서 복잡성 관리는 성공적 협상 타결에 핵심 과제가 된다. 본 연구는 다자 협상의 복잡성 관리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들을 탐색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구체적으로 본 연구는 여주 제일시장 매각대금 분배협상 사례를 대상으로 단순화, 구조화, 지향성 차원에서 다자 협상의 복잡성 관리를 분석한다. 분석 결과, 협상 초기에 수행하는 갈등영향 분석과 전문가를 활용한 사실조사 그리고 협상당사자 간 객관적 정보에 기초한 상호 인식 공유는 단순화에 긍정적으로 기여하며, 역할과 책임의 적절한 배분 그리고 상호 이익이 되는 옵션 개발을 통한 우선순위의 재구성과 재조합은 협상의 구조화에 필수적 요소임을 알 수 있었다. 아울러 구조화의 핵심 요소인 최종 의사결정 방식으로 최종제안중재가 활용되었는데, 조건이 충족되면 최종제안중재도 협력적 합의에 좋은 수단이 될 수 있음을 발견하였다. 지향성은 협상의 방향과 합의의 동력을 제시하는 것으로 초기 단계에서 협상의 목표를 올바르게 설정하는 것이 핵심임을 발견하였다. 아울러 협상의 전 과정에서 복잡성 관리에 촉진 역할을 하는 조정자의 중요성도 확인하였다.


Multiparty negotiation are characterized by complexity compared to bilateral negotiations of a simple structure, and in multiparty negotiation, complexity management becomes a key task in successful negotiation settlement.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plore the factors affecting the complexity management of multiparty negotiation. Specifically, this study analyzes the complexity management of multipasrty negotiation in terms of simplification, structure, and orientation for the case of Yeoju Jeil Market distribution negotiation. As a result of the analysis, conflict assessment analysis, fact-finding using experts, and mutual recognition sharing based on objective information between parties contribute positively to simplification, and the appropriate allocation of roles and responsibilities and the restructuring and recombination of priorities through the development of mutually beneficial options are essential to the structuring of negotiations. In addition, the final offer arbitration was used as the final decision-making method, which is a key element of structuralization, and it was found that if the conditions were met, final offer arbitration could also be a good means for cooperative agreement. Orientation suggests the direction of negotiation and the driving force of agreement, and it was found that the key was to set the goal of negotiation correctly in the initial stage. In addition, the importance of the mediator who plays a role in promoting complexity management in the entire negotiation process was also confirmed.

1
권호별 보기
같은 권호 다른 논문
| | | | 다운로드

KCI등재

1지방정부의 갈등관리와 민,관협력체제: 충청남도 갈등관리 정책을 중심으로

저자 : 최병학 ( Byoung Hahk Choi )

발행기관 : 단국대학교 분쟁해결연구센터 간행물 : 분쟁해결연구 9권 3호 발행 연도 : 2011 페이지 : pp. 5-37 (3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논문은 민·관협력의 심화를 위한 여러 수단을 연구하는 데 있어, 충청남도의 민간전문가 집단과 지방정부의 공무원 간 정책협조 및 기능을 고찰하여 갈등 및 분쟁분야에서의 상호협력의 수준을 분석함으로써, 지방정부 차원에서의 민·관협력체제의 공고화 방안을 실천적으로 제시하였다. 이는 2006년 충남정책포럼의 출발기부터 2011년까지의 활동 내부자료와 충청남도의 갈등·분쟁관리 현황카드 등 공개가 가능한 자료를 통해 분석하였으며, 충남의 갈등관리 전문가포럼의 활동, 상황인식 등을 활용하여 지방정부와의 연결관계를 정성적으로 설명하여 향후 갈등관리와 관련한 구조 및 행위자의 정책적 함의를 제시하였다.

KCI등재

2지역사회 활성화를 위한 정부 부처간 정책경쟁의 탐색적 고찰: 사회적기업,마을기업,농어촌공동체회사 육성사업을 중심으로

저자 : 홍성우 ( Sung Woo Hong )

발행기관 : 단국대학교 분쟁해결연구센터 간행물 : 분쟁해결연구 9권 3호 발행 연도 : 2011 페이지 : pp. 39-74 (3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최근 우리사회는 지역사회가 안고 있는 제반 사회·경제적 문제, 즉 취약계층의 일자리문제, 취약계층에 대한 공공서비스의 공급 문제, 지역경제의 침체, 그리고 지역의 전반적인 쇠퇴 등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대안으로 사회적기업 또는 커뮤니티 비즈니스가 적극 모색되고 있다. 이러한 사회적기업과 커뮤니티 비즈니스 육성사업은 개념적·실체적 모호성에도 불구하고 개별 중앙 부처에서 유사한 정책적 목표를 이루고자 경쟁적으로 추진되고 있다. 이에 본 연구는 정부 부처 간의 정책갈등과 경쟁에 관한 이론적 논의를 바탕으로 지역사회 활성화를 위한 고용노동부의 사회적기업 육성정책, 행정안전부의 마을기업(자립형 지역공동체) 육성사업, 그리고 농림수산식품부의 농어촌공동체회사 육성사업을 분석대상으로 선정해 관할권 중복에 의한 정부 부처간 정책경쟁의 관점에서 사업의 실태 및 특성 등을 분석해 보았다. 분석결과, 먼저 정부 부처간 유사사업의 중복으로 인한 예산의 낭비와 비효율을 초래할 수 있어 이에 대한 정부 부처간 사업의 조정·통합이 필요해 보이며, 둘째, 단기적인 관점에서의 양적인 성장을 추구하는 개별 부처의 관할권 확보를 위한 경쟁적 정책추진은 지양되어야 하며, 질적 성장 측면에서의 지속가능성을 도모하는 정책적 노력을 기울여야 할 필요가 있어 보인다. 끝으로는 부처간 분산되어 추진되고 있는 관련사업의 통합적 추진체계의 정비 또는 기존 사업 간의 네트워크 연계 등을 통한 전략적 사업운영이 필요하다.

KCI등재

3새로운 분쟁: 만성사회갈등(PSC)의 특징과 그 해결을 위한 거버넌스 ?케냐(Kenya)와 다르푸르(Darfur)의 분쟁해결 사례를 중심으로?

저자 : 여현덕 ( Hyeon D Yeo ) , 정혜운 ( Hye Woon Jeong )

발행기관 : 단국대학교 분쟁해결연구센터 간행물 : 분쟁해결연구 9권 3호 발행 연도 : 2011 페이지 : pp. 75-100 (2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오늘날에는 한 국가 내에서 발생한 만성화된 분쟁이 국가단위를 넘어 지구촌 전체에 영향을 미치고, 세계정치권에 커다란 우려를 주고 있다. 이러한 만성화된 분쟁은 과거의 양상과는 다른 새로운 분쟁(new war)의 특징을 보이고 있기 때문에 기존의 이론과 접근방식에 기초하여 바라보게 되면 올바른 해석과 해결책을 모색하는데 한계가 발생한다. 이처럼 원초적이고 고질적이며 복잡한 형태를 가진 만성화된 분쟁의 등장은 인간사회에서 보아오던 종전의 분쟁(원인과 결과)과 판이하게 달라, 그 해결방법을 모색하는 과정에서 도 새로운 접근법을 적용해야 한다. 이 논문은 아프리카의 대표적인 분쟁사례인 케냐와 다르푸르 사례를 중심으로 새로운 분쟁의 양태를 살펴보고 그 해결책을 찾기 위하여 어떤 모델(model)과 접근방법(approaches)을 적용할 수 있는지 살펴보고자 한다. 나아가 만성적 분쟁을 해결하기 위한 새로운 접근법을 찾고 그에 따른 적합한 지배구조(거버넌스) 모형의 개발, 그리고 그 거버넌스를 둘러싼 역학관계의 다 이내믹스(dynamics:행위자, 목표 및 목표를 이루는데 동원된 자원, 힘, 협상 등)를 중심으로 분석해보고자 한다.

KCI등재

4한국 정당과 정당연구소의 민주시민교육 실태와 대안

저자 : 박명호 ( Myoung Ho Park ) , 오용호 ( Yong Ho Oh )

발행기관 : 단국대학교 분쟁해결연구센터 간행물 : 분쟁해결연구 9권 3호 발행 연도 : 2011 페이지 : pp. 101-123 (2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민주 시민 교육은 민주주의적 이성의 자기형성과 민주주의 발전의 중요한 요소이다. 민주 시민 교육은 세대, 계층, 지역 그리고 사회 전 영역에 걸쳐 민주주의의 활용도를 제고할 수 있는 능력 배양을 최우선 목표로 하고 있다. 따라서 우리는 민주 시민 교육을 통해 삶의 문제를 해결하고 사회적 분쟁을 민주적으로 해결하기 위한 방안을 고찰할 수 있게 될 것이다. 이는 민주 시민의 주체성 함양과 민주 시민의 사회 통합 능력제고 그리고 국가와 사회 발전에 필수적인 발전 동력의 지속적 확충을 통해 시민 각자가 보다 질 높은 삶을 향유하도록 하는 것이 민주 시민 교육의 궁극적 목표이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한국 정당과 정당연구소의 민주 시민 교육의 실태는 어떨까? 그들은 과연 민주 시민 교육의 한 축을 담당하고 있을까? 만약 한국의 정당이 민주 시민 교육 기관으로서 적절한 역할을 수행하고 있지 않다면 앞으로 어떤 대책을 강구할 수 있을까? 한국 정당과 정당연구소의 민주 시민 교육 실태를 그들의 활동 내역과 홈페이지 등을 중심으로 분석한 결과는 다음과 같이 요약할 수 있다. 첫째, 한국 정당과 정당연구소의 전체 활동 중 민주 시민 교육이 차지하는 비중은 절대적으로도 적었고 상대적으로도 적게 나타났다. 정당과 정당연구소에서 민주 시민 교육을 위해 사용하는 재원과 조직적 지원도 정당의 다른 활동과 비교하면 상대적으로 적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었다. 둘째, 한국 정당과 정당연구소의 민주 시민 교육은 보편적이며 일반적 차원에서의 민주 시민 교육과는 거리가 있었다. 즉 그들은 자신들의 입장이나 주장을 '일방적으로' 전달하는 교육이었다. 이는 시민을 민주 시민 교육의 자율적이며 주체적인 존재로 인식하는 것이라기보다 정당의 목적에 따라 동원 대상으로 시민을 보는 것이기도 하다. 셋째, 한국 정당과 정당연구소의 민주 시민 교육은 전문적이며 체계적으로 이루어지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민주 시민 교육을 위한 공통된 프로그램이나 교재 등이 없었다. 공동의 목표를 향한 협의 기구도 존재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와 같은 한국 정당과 정당연구소의 민주 시민 교육 역량 제고를 위해 우리는 다음과 같은 방안을 상정할 수 있을 것이다. 첫째, 정당에서 공통으로 사용할 수 있는 교재개발과 민주 시민 교육 전반에 관해 총괄 조정을 담당할 수 있는 기구의 구성이 필요하다. 이를 통해 정당의 정파적 이해에서 벗어나 중립적으로 민주 시민 교육이 가능하도록 할 수 있을 것이다. 둘째, 한국 정당과 정당연구소의 활동 중 민주 시민 교육이 차지하는 비중의 제고가 필요하다. 이를 위해 주요 정당의 정책연구소의 민주 시민 교육 기능을 제고할 필요가 있다. 정당 정책 연구소의 민주 시민 교육 기능 활성화를 위해 재정적, 조직적 지원과 유인책이 제시되어야 할 것이다.

KCI등재

5동아시아 다자공동체 구상의 현실적 장애와 대안: 동아시아 다자협력체를 중심으로

저자 : 이성우 ( Seong Woo Yi )

발행기관 : 단국대학교 분쟁해결연구센터 간행물 : 분쟁해결연구 9권 3호 발행 연도 : 2011 페이지 : pp. 125-151 (2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동아시아의 다자공동체 구상이 안고 있는 정치현실의 난제와 이를 극복하는데 필요한 제도적 구상의 과제를 주요 문제의식으로 상정하였다. 이론적으로 국제관계에서 대외정책을 추진하는 국가의 행위를 능력과 의지의 결합으로 파악하고 이를 다자협의체 구상에 대한 개별국가의 행위에 적용하였다. 협의체를 주도하는 국가와 이에 참여하는 대상국가로 나누어 주도국가가 포함 시킬 것인가 배제할 것인가를 선택하고 대상국가가 참여할 것인가 기권할 것인가를 결정하면 협력, 방관, 방해, 무관의 4가지의 행위유형이 도출된다. 협의체 형성과 관련하여 협력 국가와 방관국가의 국력의 차의 총합이 협력체를 구성하는 동력임에 반해서 방해국가의 국력은 협력체를 해체하는 부정적 힘으로 작용하면서 승수효과를 가지는 것으로 파악하였다. 본 논문은 이론을 바탕으로 강대국의 무관심과 참여국의 필요성의 조화, 강대국의 세력균형 전략과 경쟁, 역내국가의 이익균형전략과 견제, 그리고 역대응을 통한 맴버십 게임의 4가지 변수를 대별하여 이를 동아시아 다자협의체에 적용하여 설명을 시도 하였다.

KCI등재

6동남아의 분리주의와 갈등관리의 정치적 동학: 태국과 필리핀의 사례 비교

저자 : 이동윤 ( Dong Yoon Lee )

발행기관 : 단국대학교 분쟁해결연구센터 간행물 : 분쟁해결연구 9권 3호 발행 연도 : 2011 페이지 : pp. 153-185 (3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연구는 태국과 필리핀 남부지역에서 발생하고 있는 이슬람 분리주의 운동과 폭력 사태의 원인 및 전개과정을 살펴보고, 갈등관리 차원에서 갈등을 완화하고 해소할수 있는 대안을 모색하는데 주요 목적이 있다. 태국과 필리핀 남부지역의 분리주의 운동과 폭력 사태는 역사적·문화적으로 오랜 연원을 지니고 있으며, 민족적·종교적 요인과 정치·경제적 요인이 복합적으로 작용하여 잠재적 갈등과 현시적 폭력이 동반하는 연속적·불규칙적 갈등 양상을 표출하고 있다. 특히 이들 국가들에서 중앙정부의 지배를 목적으로 한 강압적 통합정책은 남부지역 소수 무슬림 주민들의 종교적 삶과 문화적 정체성의 위기감을 초래함으로써 집단적 저항과 갈등을 불러일으키고 무장투쟁을 야기하였다. 따라서 이러한 분리주의 운동과 지역갈등을 해소하기 위한 정부의 통합정책은 물리력을 동원한 강압·진압 전략보다 대화를 통한 타협과 절충 전략이 추진되어야 하며, 궁극적으로 통합·협력 전략을 통해 갈등의 원인이 완전히 제거·해소되는 갈등관리가 이루어져야 할 것이다.

KCI등재

7키르기스스탄 남부의 종족간 충돌에 관한 연구: 2010년의 사례를 중심으로

저자 : 강봉구 ( Bong Gu Kang )

발행기관 : 단국대학교 분쟁해결연구센터 간행물 : 분쟁해결연구 9권 3호 발행 연도 : 2011 페이지 : pp. 187-219 (3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2010년 6월 키르기스스탄 남부 페르가나 지역의 종족 충돌을 초래한 가장 큰 직접적인 원인은 바키예프 전 대통령 정권에서 억눌려 왔던 남부 우즈벡인들의 정치적 대표성에 대한 요구와 운동이 지역 키르기스인들의 배타적 민족주의 감정과 대립의 전선을 형성한 것이었다. 사태의 재발을 막기 위해 키르기스스탄 중앙정부와 오쉬, 잘랄-아바드 등 지방정부는 우즈벡인들의 정치적 대표성을 현저히 확대해야 할 것이다. 이시점에서 우즈벡 공동체가 우즈벡인들의 자치공화국이나 자치주의 요구 등 정치적 주장을 내세우는 것은 충돌 당사자간의 화해와 화합, 사회적 통합에 도움이 되지 못한다. 우즈벡인들의 분리주의는 키르기스인들의 배타적 민족주의를 정당화하고 이를 더 경직되게 만드는 요인이 될 뿐이다.

1
주제별 간행물
간행물명 최신권호

KCI등재

산업진흥연구
7권 4호

KCI등재

EU연구
39권 0호

KCI등재

EU연구
63권 0호

KCI등재

EU연구
9권 0호

KCI등재

비판사회정책
29권 0호

KCI등재

비판사회정책
47권 0호

KCI등재

비판사회정책
9권 0호

KCI등재

비판사회정책
76권 0호

KCI등재

비판사회정책
60권 0호

KCI등재

비판사회정책
40권 0호

KCI등재

비판사회정책
20권 0호

KCI등재

인문사회 21
13권 5호

KCI등재

국제지역연구
26권 4호

KCI등재

사회사상과 문화
25권 3호

KCI등재

한국 시베리아연구
26권 3호

KCI등재

환경정책
30권 3호

KCI등재

국제지역연구
26권 3호

KCI등재

유라시아연구
19권 3호

KCI등재

정보화정책
29권 3호

KCI등재

미래청소년학회지
19권 3호
발행기관 최신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발행기관 최신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