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제별 추천논문

주제별 추천논문>국가별 여자축구 활성화 전략
예체능

 

<이미지출처: 클립아트코리아>

최근 몇 년 동안 인기 상승 중인 여자 축구계는  2022 유럽축구선수권대회의 성공적 마무리로 
흥행 성공과 더불어 여자 축구 팬 규모도 증가할 전망이다. 이에 따라 우리나라 실정에 맞는 

 여자 축구계의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여 우리나라 축구의 역사를 다시 쓸 수 있는 

발전 방안에 대해 연구한 논문을 살펴 봅니다.


관련논문 바로가기 ↓ 

추천논문
추천논문
| | | | 다운로드

KCI등재

1국가별 여자축구 활성화 전략 비교와 시사점: 영국, 미국, 독일, 호주를 중심으로

저자 : 조현주 ( Cho¸ Hyunjoo ) , 김두한 ( Kim¸ Doo-han )

발행기관 : 한국융합과학회 간행물 : 한국융합과학회지 9권 4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74-92 (1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연구목적: 이 연구의 목적은 여자축구 해외 주요 강국인 영국, 독일, 미국, 호주의 개괄적인 현황과중장기 발전 전략을 비교, 분석하여 국내 여자축구 발전에의 시사점으로 활용하고자 하는 데에 있다. 연구방법: 문헌 고찰 방법은 우리나라의 스포츠 발전을 위한 전략 수립을 위해 해외사례를 통한 벤치마킹 전략은 정책과 산업 전반의 영역에서 지속적으로 활용되어온 방법론이다. 축구 역시, 우리보다 먼저 시작하고 시행착오를 겪었던 국가들의 사례를 벤치마킹하고, 우리나라의 실정에 맞게 적용하는 방안을 모색하는 것은 저변확대와 우수선수의 육성, 그리고 더 나아가 프로축구의 시장 활성화 측면에서 필요하다. 물론 여기에는 개별 국가의 여자축구 현황과 환경의 차이가 존재할 것이다. 벤치마킹은 이러한 국가별 체계와 환경의 차이를 인지하고, 우리나라의 실정에서 적용 가능한 방안으로 재구성 하는 것을 포함한다. 결과: 우리나라 여자축구는 국가적 지원체계와 국제대회에서의 우수 성적에 비해 미약한 저변의 확대와 국민적 인식개선과 같은 문제점이 지적되어 왔다. 이에 획득한 연구 결과는 첫째, 여자축구 참여의 확대를 위한 인식의 개선이다. 둘째, 여자축구 접근성을 개선하기 위한 인프라의 확충이다. 셋째, 여자축구 발전 거버넌스의 선진화이다. 결론: 따라서 이 연구에서는 해외 여자축구의 중장기 활성화 전략들을 분석하고 이들 국가의 여자축구 발전 체계의 근원이 무엇인지 파악하고 우리나라 여자축구 발전방안에의 적용을 모색하고자 한다.

KCI등재

2대학 여자축구선수의 재활과정에 따른 심리적 변화와 극복전략: 근거이론적 접근

저자 : 윤재혁 ( Jaehyeok Yoon ) , 이슬 ( Seul Lee ) , 홍준희 ( Junhee Hong )

발행기관 : 한국스포츠심리학회 간행물 : 한국스포츠심리학회지 32권 2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45-67 (2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목적: 본 연구의 목적은 대학 여자축구선수들이 재활과정에서 느끼는 심리적 변화를 탐색하고 이를 극복할 수 있는 전략을 살펴보는 데 있다. 방법: 참가자는 2018년 대학 여자축구연맹에 등록되어 있고, 부상으로 인한 재활경험이 있는 7명의 선수이다. 이들을 대상으로 개인 면담과 집단면담을 시행하여 수집된 자료를 구성주의 근거이론(Constructing Grounded Theory) 접근방법을 통해 분석하였다. 결과: 선수들은 재활 과정 초기에서 부정적인 생각을 하게 되는 동시에 긍정적으로 생각하려는 노력이 순환적으로 반복되는 심리적인 양상을 겪으며, 선수 생활에 대한 양가감정을 느끼는 것으로 나타났다. 재활 과정 중기의 심리적 변화에서는 재활상황 자체에 대한 초조함과 불안함, 심리적 압박감을 느끼면서도 점차 회복하는 신체에 자신감을 얻고 복귀를 위한 노력에 집중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재활 과정 후기에서는 복귀에 대한 설렘을 가지면서도 재발 불안감 등으로 부담과 압박을 느끼는 복귀에 대한 양가감정이 드러났다. 선수들의 경험을 바탕으로 구성한 극복전략은 다음과 같다. 첫째, 자신감 향상전략, 긍정적 사고의 전환 등의 심리적 극복, 둘째, 복귀를 위한 훈련을 포함한 신체적 극복, 셋째, 여자선수들을 위한 전문적 프로그램 필요의 환경적 지원, 넷째, 주요타자지원과 같은 사회적 지원이다. 결론: 대학 여자축구선수들은 재활과정에서 여러 가지 복합적인 심리적 변화를 겪으며, 선수로서의 삶을 진지하게 고민해보는 양가감정의 갈등이 함께 나타나는 것을 알 수 있었다. 이렇게 드러난 양가감정의 폭을 줄이거나 해결하는 심리적 과정은 선수로서의 정체성을 재확립하는 계기가 될 수 있다. 이를 위해서는 이에 기반하는 내용을 포함한 전문적인 스포츠 심리상담과 체계적인 지원이 재활과정의 선수들에게 필요할 것이다.

KCI등재

3여자 축구선수를 위한 컴프레션 웨어 설계

저자 : 박상희 ( Sanghee Park )

발행기관 : 한국패션비즈니스학회 간행물 : 패션비즈니스 25권 2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127-142 (1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This study aims to organize the prototype design method of compression wear for women professional soccer players. Despite the excellent performance of female soccer players in world competition, most functional wear has been developed mainly for men, so professional female athletes have fewer choices. Soccer is a sport requiring core and lower body muscle strength, and muscular endurance for long periods of playing or walking on the field. Female soccer players did not differ much in upper body compared to other women, but their lower body had a smaller hip circumference than waist circumference and a larger thigh circumference, requiring compilation considering the physical characteristics and movement of athletes. Female soccer players wear sports bras while playing but regular bras and compression wear during normal exercise because they sweat on under their breast, which irritates sensitive skin. For core muscles in the upper body and to support for thigh and hip muscles in the lower body, the uniform in this study was designed by reducing the body size of a professional female soccer player in her 20s and the actual measurements of commercial compilation software to 81% of the chest circumference, 95% of the waist circumference, and 78% of the hip circumference. The design experiment in this study was a simple exercise and did not produce produce results for long-term exercise and performance improvement, but can be used to design a composition pattern system for other professional female athletes.

KCI등재

4심리기술훈련에 따른 중국 여자축구선수의 경쟁상태불안, 기분상태 및 fMRI 활성화

저자 : 풍총 ( Feng Cong ) , 최연재 ( Yeonjae Choi ) , 정연택 ( Yeontaek Jeong )

발행기관 : 인문사회21 간행물 : 인문사회 21 12권 4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1961-1972 (1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심리기술훈련이 중국 여자축구선수들의 경쟁상태, 기분상태 및 기능적 자기공명영상에 미치는 영향을 규명하고자 하였다. 실험(12명) 및 통제(12명)집단으로 총 24명을 대상으로 공분산분석을 실시하였다. 분석 결과, 긴장, 우울, 분노, 피로, 혼동 및 총정서장애에서 유의한 차이를 보였다. 그리고 기능적 자기공명영상 분석에서도 두 집단은 유의한 차이를 나타내었다. 결론적으로 심리기술훈련은 경쟁상태, 기분상태 및 기능적 자기공명영상에 긍정적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연구 결과를 토대로 뇌 기능에 대한 이해를 도모할 수 있었지만, 운동과 뇌의 변화에 대한 연구는 부족하기에 임상적으로 적용하기에는 어려운 실정이다. 이와 같은 의미에서 의학과 운동학적 접근의 통합성이 강조되어 임상데이터의 축척이 필요할 것으로 사료된다.

KCI등재

5인문,사회과학편 : 여자축구 선수의 성 역할 갈등에 대한 내러티브 탐구

저자 : 황성하(SungHaHwang)

발행기관 : 한국체육학회 간행물 : 한국체육학회지 55권 1호 발행 연도 : 2016 페이지 : pp. 61-73 (1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내러티브 연구의 목적은 여자축구 선수의 성 역할 갈등을 이해하고, 그 개선점을 탐색하는데 있다. 연구 참여자는 유목적 표집 중 결정적 사례표집법에 의해 성 역할 갈등으로 고민하고 있는 여자축구 선수로 선정했으며, 연구자는 연구 참여자의 고등학교 재학시절부터 3년 간 교사와 학생의 관계로 지속적인 만남을 이어온 체육교사이다. 자료는 참여관찰과 심층면담, 그리고 전자우편(e-mail)으로 수집하였고, 수집된 자료는 ‘영역분석(domain analysis)’과 ‘분류분석(taxonomic analysis)’을 통해 분석되었다. 그 결과, 연구 참여자인 ‘다희’가 여자축구 선수로 활약하면서 겪을 수밖에 없었던 성 역할 갈등에 대한 ‘소회(所懷)’는 크게 두 가지 개선점을 준다. 그것의 첫 번째는 여자축구 선수에 대한 ‘사회문화적 편견의 전환’이고, 두 번째는 여자축구 선수의 ‘성 정체성 확립’이다. 구체적으로, 여자축구 선수의 성 역할 갈등을 해소하기 위해서는 축구를 ‘남성성’과 ‘여성성’의 이분법적 논리로 바라보는 사회문화적인 인식의 전환이 필요하며, 그들의 성 정체성을 확립할 수 있는 중재프로그램과 교육공간이 마련될 필요가 있다.

KCI등재

6여성축구심판들의 성차별에 관한 근거이론적 접근

저자 : 이정래 ( Lee Jung-rae ) , 권기남 ( Kwon Ki-nam )

발행기관 : 한국체육학회 간행물 : 한국체육학회지 59권 1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39-55 (1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연구의 목적은 근거이론 방법을 적용하여 여성축구심판들이 심판활동을 시작하게 되면서 어떠한 성차별을 겪는지 살펴보고, 이를 어떻게 해결해나가는 지를 탐색함으로써 그들의 성차별 경험 과정에 관한 이론적 틀을 제시하는데 있다. 본 연구참여자는 눈덩이표집법을 이용하여 대한축구심판협회에 등록되어 있는 여자축구심판 6명을 선정하였다. 이들의 심판경력은 최소 10년이상이며, 심판활동을 하면서 성차별로 인해 갈등을 빚은 적이 있거나, 그것에 대한 내적인 고민을 경험한 자들이다. 자료수집 방법으로는 주로 심층면담을 이용하였다. 수집된 자료를 분석한 결과, 중심현상은 여성심판에 대한 성차별로 나타났으며, 이러한 고민을 초래하는 인과적 상황은 여성심판활동에 대한 불안감으로 나타났다. 이같은 인과적 상황은 여성심판에 대한 편견, 남성지배적 상황이라는 맥락적 상황이 반영되었다. 또한 연구참여자들은 중요타자의 영향, 직업적 포부라는 중재조건에 의해 성차별에 대한 고민을 극복하기 위해 노력하였으며, 상호작용전략으로는 체념하기, 저항하기, 버티기로 나타났다. 결국 그들은 여성이지만 심판으로서의 정체성을 확립해나감으로써 성차별을 극복해나가고 있었다.

KCI등재

7유럽축구에서의 인종차별에 관한 연구 : 다문화사회 시사점

저자 : 정은정 ( Jung Eun-jeong ) , 김대중 ( Kim Dae-jung )

발행기관 : 한국세계지역학회 간행물 : 세계지역연구논총 38권 3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83-103 (2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COVID-19로 인한 국제사회의 변화는 정치, 경제, 문화 등 전반에 걸쳐 나타나고 있다. 유럽축구에서의 인종차별은 잘못된 응원문화의 형태로 나타나고 있으며 최근에는 ‘코로나 인종차별’ 사례로 더욱 증가하고 있다. 선수, 관중, 구단 등이 행위자가 되는 인종차별 행위는 법적 규제와 사회적 운동으로 대응하고 있다. 본 연구에서는 스포츠의 사회통합적 기능에 주목하고 유럽축구에서의 인종차별에 대한 대응에 관한 분석을 통해 다문화사회에서 적용할 수 있는 시사점을 두 가지로 제시한다. 첫째 ‘보는 스포츠’에 대한 다문화 미디어교육 프로그램 개발이다. 둘째, 시민교육으로 확산을 위한 시민단체의 역량강화이다. 이를 통해 스포츠 활동이 분쟁과 갈등을 평화로 협력으로 이끌어내고 인종차별을 예방하고 다문화 사회의 인식 개선을 선도할 수 있는 매개체가 되길 바란다.

KCI등재

8중국의 유럽 축구구단 인수 유형과 해외투자 동기 분석

저자 : 서봉교 ( Seo Bong Kyo ) , 노수연 ( No Su Yeon ) , 이승범 ( Lee Seung Bum )

발행기관 : 현대중국학회 간행물 : 현대중국연구 19권 3호 발행 연도 : 2017 페이지 : pp. 607-644 (3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중국은 2014년 7월부터 2017년 8월까지 3년 사이에 24개의 유럽 축구구단을 인수하였다. 이러한 중국 기업들의 공격적인 유럽 축구구단 인수를 시진핑 주석이 축구를 좋아하기 때문이라거나, 사회주의 국가 특유의 정부에 대한 ‘코드 맞추기’, 월드컵 유치를 위한 보여주기, 중국인 특유의 과시를 위해 비효율적인 투자라고 비판적으로 해석하기도 한다. 이 논문은 중국 기업의 유럽 축구구단에 대한 24건의 투자 사례 전체에 대한 언론보도와 중국 투자기업들의 현황에 대한 조사를 기초로 투자동기를 유형화 하는 분석을 실시하였다. 중국 기업들의 유럽 축구구단에 대한 투자 동기는 (1) 정책 의지 투영 유형, (2) 선진기술 이전 유형, (3) 중국 내 사업과의 시너지 추구 유형, (4) 유럽 시장 진출 추구 유형, (5) 기타 유형으로 구분하였다. 분석 결과 정책적인 혹은 비(非)경제적인 유형의 투자 사례는 (1) 정책의지 투영 유형 1건과 (2) 선진기술 이전 유형 3건으로 분류할 수 있었다. 반면 경제적인 동기의 투자 유형은 (3) 중국 내 사업과의 시너지 추구 유형 8건과, (4) 유럽 시장 진출 추구 유형 7건 분류할 수 있었다. 한편 투자 사례 중에는 어떤 유형의 투자인지 분류하기가 어려운 (5) 기타 유형도 5건이 있었다. 이러한 분석의 결과 중국기업의 유럽 축구구단 인수는 일부 언론에서 보도하는 것과 같이 시진핑에 대한 ‘코드 맞추기’나 비효율적인 투자는 17%에 불구하였고, 다분히 경제적인 목적을 가진 투자가 전체 24건 중에서 15건인 63%로 훨씬 많았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9세계 축구 선수가치 외

저자 : 강윤경

발행기관 : 연합뉴스 동북아센터 간행물 : 마이더스 2022권 7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02-103 (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키워드 보기
초록보기

KCI등재

10구기종목 선수의 시합 및 훈련 중 부상 발생과 부상 원인 조사

저자 : 이온 ( On Lee ) , 박소영 ( Soyoung Park ) , 임정준 ( Jungjun Lim )

발행기관 : 한국체육학회 간행물 : 한국체육학회지 61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75-87 (1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구기종목 선수들의 부상 실태(빈도, 원인, 부상 발생률 등)를 조사하고 연령 및 종목에 따라 분석함으로써 현장에서 체계적인 선수 관리를 위한 기초자료 제공에 목적이 있다. 대한체육회 및 종목 협회에 등록된 초·중·고·대학·일반 구기종목(농구, 축구, 핸드볼) 선수들을 대상으로 온라인 설문조사를 실시하였으며, 총 701부의 유효 설문지를 Stata/SE 프로그램을 이용하여 빈도분석을 실시하였다. 연구 결과는 첫째, 구기종목 선수들 701명 중 269명(38.4%)이 부상 경험이 있으며, 연령 및 종목과 관계없이 하지에서 부상이 가장 많이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부상 발생률은 시합 시에는 일반이 0.23회, 훈련 시에는 대학생이 2.76회로 가장 높게 나타났으며, 연령 및 종목과 관계없이 시합 시보다 훈련 시에 높게 나타났다. 셋째, 부상 원인은 내적 요인 중 시합 시는 무리한 기술 및 동작 시도, 훈련 시는 부상 재발, 과사용 또는 휴식 부족 응답 비율이 가장 높았고, 외적 요인은 시합과 훈련 모두에서 다른 선수로 인한 문제의 응답 비율이 가장 높았다. 따라서 추후 본 연구의 결과를 바탕으로 구기종목 선수들의 부상 예방을 위한 프로그램이 개발되어야 할 것이다.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