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한국세무회계학회> 세무회계연구

세무회계연구 update

TAX ACCOUNTING RESEARCH

  • : 한국세무회계학회
  • : 사회과학분야  >  회계학
  • : KCI등재
  • :
  • : 연속간행물
  • : 계간
  • : 1226-1947
  • : 2671-6380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1권0호(1994)~72권0호(2022) |수록논문 수 : 754
세무회계연구
72권0호(2022년 06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저자 : 장기용 ( Jang Ki-yong )

발행기관 : 한국세무회계학회 간행물 : 세무회계연구 72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29 (2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연구목적] 2020년 세법개정으로 간이과세 적용대상이 확대되고 세금계산서 수수의무가 부여되었지만 납부세액은 업종별부가가치율을 고려한 개정전의 간편법을 그대로 유지하고 있다. 이로 인하여 그간 축적되어 온 납세시스템이 훼손될 수 있으며 기존의 간이과세제도에 기인하여 제기된 제반 문제점이 더욱 확대되어 나타날 가능성이 있다. 이러한 문제의식에 기초하여 본 연구에서는 현행의 간이과세제도를 소규모 사업자에 대한 과세특례제도 운영의 세계적 흐름에 맞추어 간편납세제도로 전환하는 내용의 개선방안을 제시하고자 하였다.
[연구방법] 국내외 발행 학술지 자료 등을 통한 문헌조사를 실시하고, 소규모 사업자에 대한 과세특례제도에 대한 정보는 각국의 과세관청, 한국조세재정연구원, 그리고 법제처의 자료를 참조하였다.
[연구결과] 첫째, 간이과세제도의 근원적인 문제는 납부세액 계산방식에 있으므로 간이과세자(간편납세자)에게 간편법이 아닌 전단계세액공제법을 적용하여 납부세액을 계산하도록 하고, 납부세액 계산방식의 변경으로 증가하는 세부담을 한시적으로 경감해 주기 위해 5년간 전환세액공제제도를 도입ㆍ운영하도록 한다. 둘째, 현금주의회계제도를 도입하여 간편납세자로 하여금 발생주의회계와 현금주의회계에 따른 납부세액 계산방법의 적용 여부를 선택할 수 있도록 개선한다. 간이과세자의 예정신고의무는 납세편의를 위해 예정부과제도로 전환하고 고지납부한 세액은 확정신고시 정산하도록 한다. 셋째, 납부의무면제자의 세원투명성 확보를 위해 일반과세자 또는 세금계산서 발급의무가 있는 간이과세자와 거래하는 경우에는 세금계산서를 수취의무를 부여하고 미수취시 불성실 가산세가 부과되도록 하여야 한다. 넷째, 이중공제 성격으로 폐지된 의제매입세액공제제도는 다시 부활하여 적용 가능하도록 하고, 음식점업자와 소규모 제조업자의 의제매입세액공제율을 상향 조정하여 급격한 세부담을 완화시킬 필요가 있다.
[연구의 시사점] 본 연구의 결과가 간이과세제도의 제반 문제점을 완화하여 부가가치세제를 정상화시키고 간편납세제도의 정착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


[Purpose] With the revision of the tax law in 2020, the subject of simplified taxation has been expanded and the duty to accept tax invoices has been granted, but the amount of tax paid remains the same as before the revision considering the value-added rate by industry. As a result, the accumulated tax payment system may be damaged, and there is a possibility that various problems raised due to the existing simplified taxation system will appear further expanded. Based on this awareness of the problem, this study tried to suggest an improvement plan for converting the current simplified taxation system to a simplified tax payment system in line with the global trend of operating the special taxation system for small business owners.
[Methodology] To achieve research objective, this study conducted a literature search through domestic and foreign published journal data.
[Findings] First, it is necessary to calculate the amount of tax paid by applying the preceding tax credit method rather than the simplified method to simplified taxpayers who are obliged to receive tax invoices due to the revision of the tax law in 2020. In addition, the conversion tax credit system will be introduced and operated for five years to temporarily relieve the tax burden that increases due to the conversion of the method of calculating the amount of tax paid. Second, the cash-based accounting system should be introduced so that simplified taxpayers can choose whether to apply the previous tax credit method based on accrual accounting and the previous tax credit method based on cash-based accounting. Third, in order to secure the transparency of tax sources for those exempt from payment obligations, in the case of transacting with general taxpayers or simplified taxpayers who are obligated to issue tax invoices, the duty to receive tax invoices should be imposed, and penalties for infidelity should be imposed on non-receipts. Fourth, the fictitious input tax credit system, which was abolished due to the nature of the double deduction, should be revived and applied.
[Implications] It is expected that the results of this study will help normalize the value-added tax system by alleviating all the problems of the simplified taxation system and contribute to the establishment of the simplified tax payment system.

KCI등재

저자 : 신유진 ( Shin Yu-jin ) , 이찬호 ( Lee Chan-ho )

발행기관 : 한국세무회계학회 간행물 : 세무회계연구 72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31-50 (2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연구목적] 2020년 부산시 소재 의무관리대상 공동주택 중 사용검사일 이후 11년이상 30년 이하 의무관리대상 공동주택은 약 61.5%이다. 따라서 향후 장기수선계획에 따른 공사가 증대될 것이며, 이를 위한 재원조달을 위해 장기수선충당금 부과액은 증액될 것이다. 그러나 일부의 공동주택 소유자와 주민자치기구 대표자들은 장기수선충당금 부과액의 증가를 부담스러워 할 것이다. 따라서 본 논문은 공용관리비와 장기수선충당금에 영향을 미치는 변수를 분석하고 확인하여 합리적이고 객관적인 재원조달 계획수립 및 부과에 도움이 되는 기초적 자료제공을 목적으로 한다.
[연구방법] 이를 위해 부산시에 소재하는 의무관리대상 공동주택의 관리주체가 공동주택관리정보시스템에 등록한 해당 공동주택의 2020년도 공용관리비 1,114단지 정보와 장기수선충당금 1,113단지의 정보를 수집하여 사용하였다. 분석은 관리비 등(인건비, 승강기유지비, 수선비, 시설유지비, 안전점검비, 재해예방비, 위탁관리비, 잡수입)을 독립변수로 두고 각 독립변수가 총 공용관리비와 장기수선충당금 부과액에 미치는 영향을 확인하기 위하여 관리방식(자치관리 vs. 위탁관리)에 따른 다중회귀분석을 실시하였다.
[연구결과] 분석 결과 인건비, 승강기유지비, 수선비, 시설유지비, 위탁관리비는 (위탁관리) 총 공용관리비에 양(+)의 영향을 미치는 반면에 인건비는 (위탁관리)장기수선충당금 부과액에 음(-)의 영향을 미치고, 수선비, 시설유지비, 잡수입은 양(+)의 영향을 미쳤다. 또한 총 공용관리비를 종속변수로 한 경우에는 자치관리만을 분석한 경우와 위탁관리만을 분석한 경우 모두 유효한 양(+)의 영향을 미치는 독립변수가 인건비, 승강기유지비, 수선비, 시설유지비로 동일하게 나타났으나, 장기수선충당금 부과액을 종속변수로 한 경우에는 위탁관리의 경우 유효한 영향을 미치는 독립변수가 인건비, 수선비, 시설유지비, 잡수입이었으나 자치관리의 경우 유효한 영향을 미치는 독립변수가 인건비, 승강기유지비, 수선비, 안전점검비로 상이하게 나타났다.
[연구의 시사점] 본 연구는 입주자가 기여한 잡수입이 회계연도 이후에는 장기수선충당금으로 전환되는 점에 주목하여 장기수선충당금 부과액에 영향을 미치는 변수로 잡수입을 추가하여 분석하였다는 점에서 기존연구와 차별성을 가지고 있으며, 장기수선충당금과 공용관리비의 부담을 줄이기 위해 노력해야 할 항목의 선정에 실무적 판단기준을 제시하는데 의미가 있을 것이다.


[Purpose] Among the apartment houses subject to compulsory management located in Busan in 2020, about 61.5% of the apartment houses subject to compulsory management for more than 11 years and less than 30 years after the date of approval for use.
Therefore, construction according to the long-term repair plan will increase in the future, and the amount of long-term repair allowance will be increased. However, some apartment owners and representatives of residential self-governing organizations will be burdened with an increase in the amount of long-term repair allowance. Therefore, the purpose of this paper is to analyze and confirm variables that affect common management fees and longterm repair allowance, thereby providing basic data to help establish rational and objective financing plans and impose amounts.
[Methodology] To this end, information on the 2020 public management fee of 1,114 complexes and the long-term repair allowance of 1,113 complexes of apartment houses registered in the apartment management information system were collected and used.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was conducted to confirm the effect of each of these independent variables on the total common management fees and the long-term repair allowance. Independent variables include management cost items(labor costs, elevator maintenance costs, repair costs, facility maintenance costs, safety inspection costs, disaster prevention costs, consignment management costs, miscellaneous income). At this time,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was classified and analyzed according to the management type(self-management vs. consigned management).
[Findings] As a result, labor costs, elevator maintenance costs, repair costs, facility maintenance costs, and consignment management costs had a (+) effect on the total common management fees(consigned management). On the other hand, labor costs had a (-) effect on the amount of long-term repair allowance imposed(consigned management). Repair costs, facility maintenance costs, and miscellaneous income had a (+) effect on the long-term repair allowance imposed (consigned management). In addition, in the case where the total common management fee was used as a dependent variable, the independent variables(labor cost, elevator maintenance costs, repair cost, facility maintenance cost) that had a valid effect on both self-management and consigned management were the same(coefficient +). But in the case of long-term repair allowance as a dependent variable, the independent variables that effectively affect consigned management were labor cost, repair cost, facility maintenance cost, and miscellaneous income, but in the case of self-management, the effective variables were labor cost, elevator maintenance cost, repair cost, and safety inspection cost.
[Implications] This study is different from previous studies in that it was analyzed by adding miscellaneous income as a variable affecting the amount of long-term repair allowance, and it will be meaningful to present practical criteria for selecting items to be tried to reduce the burden of long-term repair allowance and common management fee.

KCI등재

저자 : 성민정 ( Seong Min-jeong ) , 김형국 ( Kim Hyeong-kook )

발행기관 : 한국세무회계학회 간행물 : 세무회계연구 72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51-70 (2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연구목적] 본 연구의 목적은 신성장산업에 대한 조세지원제도가 기업투자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검증하는 데에 있다.
[연구방법] 신성장산업의 표본은 한국표준산업분류(KSIC)의 세세분류를 기준으로 추출하였다. 연구모형을 검증하기 위한 종속변수인 기업투자는 두 가지 측정치를 사용하였고, 주요 독립변수인 조세헤택은 과거 3년간 평균 조세혜택을 자기자본으로 나누어 측정하였다. 연구 분석은 기술통계량, 상관분석 및 회귀분석을 통해 수행하였다.
[연구결과] 본 연구를 통해 얻은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신성장산업에 대한 조세지원제도는 기업의 투자와 유의한 양(+)의 관계를 가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2016년 신성장산업에 대한 조세지원이 확대된 이후에는 그 이전에 비해 기업투자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였으나 유의한 값을 가지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의 시사점] 우리나라 신성장산업을 대상으로 조세혜택과 기업투자와의 관계에 대한 실증분석을 통해 조세지원제도의 유효성에 대해 검토한 결과, [가설 1]이 지지됨으로서 신성장산업에 대한 현행 조세정책이 기업의 투자 제고에 효과가 있음을 시사하였다. 그러나 2016년 이후 조세지원 확대의 효과를 살펴본 결과, [가설 2]가 기각됨으로서 조세지원제도의 효과성 제고를 위해 정책방향의 전환을 고려해볼 수 있을 것이다.


[Purpose]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verify the effect of the tax support system on corporate investment in new growth industries.
[Methodology] Samples of new growth industries were extracted based on the detailed classification of the Industrial Standard Classification (KSIC). Corporate investment, a dependent variable to verify the research model, used two measures, and tax hetac, a major independent variable, was measured by dividing the average tax benefit by equity capital over the past three years. Research analysis was performed through descriptive statistics, correlation analysis, and regression analysis.
[Findings] The results obtained through this study are as follows. First, it was found that the tax support system for new growth industries had a significant positive (+) relationship with corporate investment. Second, after tax support for new growth industries expanded in 2016, corporate investment was expected to increase compared to before, but it was found that it did not have a significant value.
[Implications] As a result of examining the effectiveness of the tax support system by empirically analyzing the relationship between tax benefits and corporate investment in new growth industries in Korea, Hypothesis 1 was supported, suggesting that the current tax policy for new growth industries is effective in enhancing corporate investment. However, as a result of examining the effect of expanding tax support since 2016, Hypothesis 2 was rejected, and the policy direction was changed to enhance the effectiveness of the tax support system.

KCI등재

저자 : 변설원 ( Byun Seol-won )

발행기관 : 한국세무회계학회 간행물 : 세무회계연구 72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71-92 (2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연구목적] 본 연구는 시내버스 운송업의 수익비용 대응 정도와 차별적 비용인식 패턴에 대해 분석한다. 그리고 관할 시ㆍ도에 의해 수행되는 회계감사 용역과 임기제 공무원 제도가 시내버스 운송업체의 수익비용 대응 및 비용의 인식 패턴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살펴본다.
[연구방법] 이를 위해 당기 수익과 전기 및 당기 그리고 차기 비용과의 관계를 통해 수익비용 대응 관계를 분석한 Dichew and Tang(2008)의 모형을 활용하였다.
본 연구의 표본은 2013년부터 2019년까지 경상도와 전라도 지역에서 시내버스 회계감사 용역을 실시한 6개 시(市)의 회계감사 용역 보고서를 이용한다. 그리고 확보된 회계감사 용역 보고서를 통해 총 33개 업체(159개 연도-업체)를 대상으로 분석하였다.
[연구결과] 본 연구의 분석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시내버스 운송업체의 수익비용 대응 정도는 비교적 높은 것으로 나타났으나, 비용의 조기인식 경향 또한 높게 나타났다. 그러나 관할 시ㆍ도에 의해 수행되는 회계감사를 실시한 후 자료에서는 비용의 조기인식 경향은 사라지고 당기 수익에 대한 당기 비용의 대응 정도가 증가되었다. 이는 운행손실 보조금의 과대수급을 위해 운행적자 폭을 증가시키려는 운송업체의 기회주의적인 유인을 회계감사 용역을 통해 감소시킨 결과로 해석할 수 있다. 둘째, 시내버스 재정 담당자로써 임기제 공무원을 채용한 시(市)에 소속된 표본업체의 경우 회계감사 수행 전 비용의 조기 인식 경향이 발견되지 않았고, 회계감사 수행 전과 후의 수익비용 대응 및 비용의 인식패턴에 유의적인 차이를 발견하지 못하였다. 이는 임기제 공무원의 전문성이 시내버스 운송업체의 기회주의적 유인을 사전에 통제한 결과로 해석할 수 있다.
[연구의 시사점] 본 연구는 시내버스 운송업체의 지속적인 수익성 악화와 그로 인한 재정 지원금에 대한 의존도가 확대되는 상황에서 그 동안 시민단체 및 언론을 통하여 야기되어오던 시내버스 운송업체의 기회주의적 행위를 실증적으로 분석했다는 점에서 실무적 시사점과 학문적 기여점을 있을 것이다.


[Purpose] This study analyzes the degree of response to revenues and costs of the city bus transportation industry and differential cost recognition patterns. In addition, we examine the effects of auditing services performed and professional service system by government departments on the revenue and expense response and cost recognition patterns of city bus transport companies.
[Methodology] In this study, the model of Dichew and Tang (2008), which analyzed the response to revenues and costs through the relationship between revenue and cost, was used. The sample period of this study is from 2013 to 2019, and the audit service reports of 6 cities that performed city bus audit services in Gyeongsang-do and Jeolla-do are used. In addition, a total of 33 companies (159 year-company) were analyzed through the audit report.
[Findings] The analysis result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First, although the degree of response to revenue and cost of city bus transport companies was relatively high, the tendency to recognize cost early was also high. However, in the data after the audit conducted by the relevant city, the tendency of early recognition of expenses disappeared and the degree of correspondence of current expenses to current income increased. Second, the tendency of early recognition of cost was not found in transport companies belonging to cities that employed professional services as city bus finance managers. In addition, no significant difference was found in the correspondence between revenue and expenses and the recognition pattern of expenses before and after the audit.
[Implications] This study will have practical implications and academic contributions in that it empirically analyzes the opportunistic behavior of city bus transport companies that have been caused through civic groups and the media.

KCI등재

저자 : 윤종철 ( Yoon Jong Chul ) , 김순화 ( Kim Soon Hwa )

발행기관 : 한국세무회계학회 간행물 : 세무회계연구 72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93-112 (2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연구목적] 본 연구는 비재무적 성과측정치의 당기 성과와 목표의 차이가 차기 목표설정에 영향을 미치는 톱니현상이 존재하는지를 분석한다. 그리고 성과평가 순환과정에서 감시유인이 비재무적 성과측정치의 톱니현상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서 검증한다.
[연구방법] 공공기관 지방청 소속 30개 영업점의 2014년부터 2017년까지 120개의 연도별 경영성과 평가자료를 표본으로 선정하여 회귀분석을 실시하였다. 연구에 사용된 비재무적 성과측정치는 고객 만족도이다.
[연구결과] 첫째, 비재무적 성과측정치의 경우에도 재무적 성과측정치를 이용한 선행연구와 동일하게 당기 성과와 당기 목표의 차이가 차기 목표설정에 영향을 미치는 톱니현상이 존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당기의 목표를 초과 달성한 경우 차기 목표가 증가하는 정도보다 당기 목표에 성과가 미달한 경우 차기 목표를 감소시키는 정도가 더 작은 하방경직적 톱니현상이 나타났다. 이는 비재무적 성과측정치를 사용한 성과평가에서도 톱니효과가 나타나는 것으로 해석하였다. 둘째, 비재무적 성과측정치를 사용하는 경우에도 감시유인으로 영업점의 도시소재여부와 영업점의 수익이 전체 수익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높은 경우 차기목표설정에 유의적인 음의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평가자의 감시가 강할 경우 차기 목표설정에서 톱니현상이 감소하는 것으로 해석하였다.
[연구의 시사점] 본 연구는 비재무적 성과측정치를 이용하여 성과관리시스템의 목표설정에서 톱니현상과 감시가 차기 목표설정에 미치는 효과를 실증분석한 점에서 선구적 연구로서 의의가 있다. 또한 비재무적 성과측정치를 이용한 성과평가에서 피평가자들의 행동유인 파악을 통하여 성과평가지표의 특성에 따른 통제 방안을 마련할 근거를 제공한 점에서 실무적으로 활용할 수 있다.


[Purpose] This study empirically examined whether ratcheting exists in non-financial performance measures that affect the goal setting. In addition, this study examined the effect of monitoring incentives on ratcheting of non-financial performance measures on the performance evaluation cycle.
[Methodology] This study performed a regression analysis using actual business performance evaluation data from 2014 to 2017 of branch offices of public institutions. The non-financial performance measure used in the study was customer satisfaction.
[Findings] First, in the performance evaluation, it was found that even in the case of nonfinancial performance measures, ratcheting that affects goal setting exists. In addition, it was found that the degree of increase in the next target when the target was exceeded in the current period was smaller than the degree of decrease in the target when the target was less than the target in the current year. This was interpreted as a ratcheting effect in performance evaluation using non-financial performance measures. Second, in the non-financial performance measurement, it was found that the location of the branch in the city and the high proportion of the branch's revenue had a negative effect on the setting of the next target as a monitoring incentive. This was interpreted as a decrease in ratcheting in the next goal setting when the evaluator's monitoring is strong.
[Implications] This study is significant as a study in that it empirically analyzes the effects of ratcheting and monitoring on the next goal setting in the performance management system using non-financial performance measures. In addition, it can be practically used in that it provided a basis for preparing control measures according to the characteristics of performance evaluation indicators by identifying the behavioral incentives of evaluators in performance evaluation using non-financial performance measures.

KCI등재

저자 : 차정화 ( Cha Jeong-hwa ) , 심원미 ( Sim Weon-mi )

발행기관 : 한국세무회계학회 간행물 : 세무회계연구 72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13-137 (2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연구목적] 본 연구는 우리나라 제조업 기업들의 부동산 투자와 관련한 대립 논의를 해결하기 위하여, 기업의 투자부동산 보유가 이익하방위험에 미치는 영향을 실증분석 하고자 한다. 기업의 투자부동산 보유는 기업의 수익성을 개선시킬 뿐만 아니라 자본조달에서도 안정적 담보역할을 할 수 있으므로, 이익이 하방으로 움직일 위험을 감소시킬 것이라는 가설을 설정한다.
[연구방법] 2010년부터 2021년까지 우리나라 상장 제조업 기업을 대상으로 투자부동산 보유 여부 및 보유 비중과 이익하방위험 간의 관련성을 검증하고, 아울러 이들 간의 관련성에 있어 외국인지분율의 역할을 추가적으로 검증하였다.
[연구결과] 분석결과, 투자부동산을 보유한 제조업 기업은, 투자부동산을 보유하지 않은 기업에 비해 이익하방위험이 높게 나타났다. 그리고 투자부동산 비중과 이익하방위험 간에 양의 관련성이 나타났다. 그리고 외국인지분율이 높은 제조업 기업은 그렇지 않은 기업에 비해 이익하방위험이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결과는 제조업 기업들이 투자부동산 취득과 보유를 통해 목표한 이익을 달성하기 위해서 무엇보다 적정한 수준의 투자가 선행되어야 함을 제시한다. 과도한 투자를 견제하기 위하여 기업들은 지배구조 개선이 필요하고, 그러한 기업들만이 투자부동산의 취득으로 담보능력 증가와 목표한 투자성과를 기대할 수 있다는 것이다.
[연구의 시사점] 본 연구의 결과는 과거 선행연구들이 제시한 투자부동산과 기업가치 사이에 음의 관계가 있다는 학술적 근거와 최근 부동산 취득을 통해 투자성과를 달성하는 기업사례 간의 논리적 괴리를 해결한다. 따라서 기업의 수익성을 향상시키기 위한 다양한 포트폴리오 투자 측면에서, 투자부동산을 통한 투자성과를 목표로 하는 기업에게 실무적 시사점을 제공한다.


[Purpose] This study empirically analyzes the effect of a company's holding of investment property on the earning downside risk in order to resolve the conflicting discussion related to the company's real estate investment.
[Methodology] An empirical analysis was conducted on the relationship between investment property and earnings downside risk for listed manufacturing companies in Korea from 2010 to 2021, and further empirically analyzed the role of foreign ownership in the relationship between them.
[Findings] As a result of the analysis, it was found that manufacturing companies with investment property had a higher earnings downside risk compared to companies that did not own investment property. And for manufacturing companies that own investment property, a positive relationship was found between the proportion of investment property and earnings downside risk. In addition, it was found that manufacturing companies with a high foreign ownership ratio had a lower earnings downside risk compared to companies with a low foreign ownership ratio. These results suggest that holding an appropriate level of investment property by manufacturing companies can lower the earnings downside risk.
[Implications] The results of this study resolve the logical gap between the academic evidence that there is a negative relationship between investment property and corporate market value suggested by previous studies and the case of companies achieving investment performance through recent real estate acquisitions. Therefore, in terms of various portfolio investments to improve corporate profitability, it provides practical implications for companies aiming for investment performance through investment property.

KCI등재

저자 : 류단단 ( Liu Dandan ) , 이찬호 ( Lee Chan-ho )

발행기관 : 한국세무회계학회 간행물 : 세무회계연구 72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39-164 (2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연구목적] 본 연구에서는 경영자의 스톡옵션 보상이 기업가치에 미치는 영향을 파악하고자 한다. 경영자 스톡옵션 보상비중이 기업가치에 미치는 효과를 검증하며, 이러한 효과가 기업유형(국유기업 vs. 비국유기업) 및 기업 부채비율에 따라 달라지는지 분석한다. 이 분석 결과를 통해 기업유형에 따른 경영자 스톡옵션 보상 지급에 대한 기업의 의사결정에 도움을 주고자 한다.
[연구방법] 중국증권거래소에 상장된 12월 결산 제조기업 가운데, 2016년부터 2019년까지 경영자 스톡옵션을 부여한 1032개 기업-년 자료를 최종표본으로 선정하여 실증분석을 실시하였다. 기업유형은 중국에 있는 국유기업과 비국유기업으로 구분하며, 기업가치는 선행연구를 참고해서 Tobin's Q로 정의하였다. 임원의 스톡옵션 보상금액을 임원에 대한 총보상금액으로 나누어 경영자 스톡옵션 보상비중을 계산하였다.
[연구결과] 실증분석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경영자 스톡옵션 보상은 기업가치에 유의적인 음(-)의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즉, 경영자 스톡옵션 보상비중이 높아지면 기업가치가 낮아진다는 의미를 한다. 이러한 결과는 경영자에 대한 스톡옵션 보상이 주주와 경영자 사이의 이해관계를 일치시키지 못하고 대리인비용을 낮추지 못하기 때문에 기업가치를 낮추게 된다고 해석하였다. 둘째, 경영자 스톡옵션 보상비중과 기업가치 간에 관련성은 기업유형 특성에 따라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즉, 국유기업은 비국유기업보다 경영자 스톡옵션 보상비중이 높을수록 기업가치가 덜 하락한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셋째, 기업 부채비율은 기업가치와 유의적인 음(-)에 영향을 미치는 반면에 기업의 부채비율과 경영자 스톡옵션 보상비중을 곱한 상호작용변수는 기업가치에 유의적인 영향을 미치지 않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연구의 시사점] 본 연구는 중국 A주 상장사에 대한 경영자 스톡옵션 보상과 기업성과에 대한 관련성을 분석하고, 국유기업과 비국유기업간에 경영자 스톡옵션 보상을 실시하는 효과의 차이를 분석하였다는 점에 차별성이 있고, 기업유형에 따라 경영자 보상의 형태가 달라져야 함을 제시함으로써 경영자 보상을 위한 실무 의사결정에 도움이 될 것이며 여기에서 실무적 시사점을 찾을 수 있을 것이다.


[Puepose] In this study, the effect of stock option compensation of managers on the corporate value is investigated. The effect of the compensation ratio of executive stock options on the corporate value is verified, and whether this effect varies by corporate types (state-owned versus non-state-owned) and the corporate debt ratio is analyzed. The results of this analysis are intended to help companies make decisions about executive stock option compensation payments based on corporate types.
[Methodology] Among the December closing manufacturing companies listed on the China Stock Exchange, 1032 company-year data to which managers were granted stock options from 2016 to 2019 were selected as the final sample and empirical analysis was conducted. Corporate types are divided into state-owned enterprises and non-state-owned enterprises in China, and enterprise value is defined as Tobin's Q with reference to previous studies. The share of executive stock option compensation was calculated by dividing the executive stock option compensation amount by the total compensation amount for executives.
[Findings] The empirical analysis results are as follows. First, it was found that the compensation for the stock option of the manager had a significant negative (-) effect on the enterprise value. In other words, the higher the compensation ratio for the manager's stock option, the lower the corporate value. These results are interpreted as a result of a decrease in the corporate value of the option compensation to the manager because the interests of the shareholders and the manager do not match and the agency cost is not lowered. Second, it was found that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compensation ratio for the manager's stock option and the corporate value differs according to the characteristics of the corporate type. In other words, it was found that the higher the stock option compensation ratio of state-owned enterprises than those of non-state-owned enterprises, the less the corporate value decreases. Third, it was found that the corporate debt ratio had a significant negative effect on the corporate value, whereas the interaction term between the corporate debt ratio and the manager's stock option compensation ratio did not have a significant effect on the corporate value.
[Implications] This study analyzes the relationship between executive stock option compensation and corporate performance of A-share listed companies in China, and analyzes the differences in the effects of stock option compensation between state-owned and non-state-owned executives. It is suggested that there is differentiation in the management system and changing the form of managerial compensation according to the type of corporate, which will help the actual decision of managerial compensation and find practical significance here.

KCI등재

저자 : 오상희 ( Oh Sang-hui ) , 이진수 ( Lee Jin-soo )

발행기관 : 한국세무회계학회 간행물 : 세무회계연구 72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65-184 (2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연구목적] 본 연구는 원가의 비대칭적 행동 즉 경영자가 매출이 감소 할 경우 원가를 감소 혹은 증가할 것인지를 염두에 두고, 미래 실업률을 예측하는 것이 가능한지를 살펴보는 것이다.
[연구방법] 원가 경직성과 실업률의 예측에 관한 가설을 검증하기 위한 모형은 Florent et al.(2018)의 연구를 바탕으로 회귀분석을 수행한다. 종속변수인 실업률은 미래의 분기별 실제 실업률의 변화분으로 측정하고, 미래시점은 t+1부터 t+4기 까지 설정하였다. 독립변수인 원가하방 경직성은 Anderson et al.(2003)모형을 적용하여 측정하였다.
[연구결과] 결과를 요약하면, 당 분기의 원가하방경직성은 미래의 모든 분기에서 실업률을 줄이는 방향으로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결과는 기업의 경영자 입장에서 당분기의 매출액이 감소하더라도, 미래 조업도 회복을 염두에 둔 원가경직성이 실업률의 증가를 완화시키는 것으로 작용한다고 판단된다. 혹은 조정비용의 부담으로 인하여 원가의 하방 경직성이 발생하고, 이는 결국 실업률의 감소(증가의 완화)로 이어진다고 할 수 있는 것이다.
[연구의 시사점] 본 연구의 의의 및 차별성은 원가의 하방 경직성을 거시경제의 주요 변수인 실업률과 연계 시킨점에서 공헌점을 가진다. 이전의 연구에서는 이러한 연구가 부족했으며, COVID 19 등 최근 실업률이 증가하고 있는 시점에서도 시의 적절한 연구라도 생각된다. 다만 본 연구의 한계점은 보다 많은 표본을 포함하지 못해, 연구를 일반화 하기에 다소 무리가 있다는 점을 한계점으로 들 수 있다.


[Purpose] This study examines whether it is possible to predict the future unemployment rate, taking into account the cost asymmetry behavior, that is, whether the manager will reduce or increase costs when sales decrease.
[Methodology] We use a regression model to test the hypothesis about cost stickiness. The prediction of the unemployment rate is based on the study of Florent et al.(2018). The dependent variable, the unemployment rate, was measured as the change in the future quarterly actual unemployment rate, and future time points were set from t+1 to t+4. The independent variable, cost stickiness was measured by applying the Anderson et al.(2003) model.
[Findings] Summarizing the results, it was found that the downward cost stickiness in the current quarter has an effect in the direction of reducing the unemployment rate in all future quarters. From the perspective of corporate managers, it is judged that cost stickiness with the recovery of future operations in mind works to mitigate the increase in the unemployment rate, even if sales in the current quarter decrease. Alternatively, the burden of adjustment costs causes downward stickiness in costs, which in turn leads to a decrease (moderate increase) in the unemployment rate.
[Implications] The significance and differentiation of this study has a contribution in that it links the downward stickiness of costs with the unemployment rate, which is a major variable in macroeconomic conditions. Previous studies lacked such studies, and it is considered a timely study even at a time when the unemployment rate is increasing recently, such as COVID-19. However, the limitation of this study is that it does not include a larger number of samples, making it somewhat difficult to generalize the study.

1
권호별 보기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