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중부고고학회> 강원고고학보

강원고고학보 update

The Gangwon Archaeological Society

  • : 중부고고학회
  • : 인문과학분야  >  기타(인문과학)
  • :
  • :
  • : 연속간행물
  • : 반년간
  • :
  • :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1권0호(2002)~10권0호(2007) |수록논문 수 : 42
강원고고학보
10권0호(2007년 12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저자 : 김선주 ( Kim Seon-ju )

발행기관 : 중부고고학회 간행물 : 강원고고학보 10권 0호 발행 연도 : 2007 페이지 : pp. 5-34 (3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글은 홍천 백이유적에서 출토된 주먹대패 34점을 분석한 것이다. 주먹대패는 10cm 내외의 크기로 길이와 너비가 비슷하거나 길이가 약간 긴 두툼한 몸체를 선택하여 만들었다. 곡선날 범위는 전체 둘레의 1/4~2/5 정도이고 볼록 톱니날의 형태이다. 몸체의 종류는 적어도 한 면 이상이 편평한 면을 가지는 깨진 자갈돌을 몸체로 삼아 길이가 긴 쪽인 가로날 위주로 볼록날과 볼록 톱니날의 날형태를 선호해 주먹대패를 만든 것으로 분석되었다.
외면찍개와 주먹대패 분석에서 후자가 더 두텁고 날각도는 예각보다는 직각에 가깝거나 둔각으로 잔손질해 날을 만든 것으로 파악되었다. 날형태는 주먹대패가 볼록날과 볼록 톱니날이 대부분이고 둘레길이에서 잔손질 범위가 좀 더 큰 것으로 분석되었다. 홍천 백이유적 주먹대패는 다른 유적의 주먹대패와 비교분석에서 돌감, 길이 · 너비지수, 무게, 날을 만 든 땐각도 등이 유사해 서로 다른 양상이 두드러지기 보다는 공통되는 요소가 더 많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본고의 분석결과 외면찍개와 주먹대패는 계량분석과 속성분석을 통해 다른 형식학적 속성(몸체의 종류, 크기, 잔손질 각도, 날형태)이 두드러져 형태적인 차이 뿐 아니라 그 속성에서도 차이가 있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A rabot excavated from Baeki Site, Hongcheong County, is about 10cm. For this, some thick bodies with same length and width or longer ones were selected. The range of curved edge is from 1/4 to 2/5 and the retouched edge was bulged with saw teeth. For the body, broken stone at least one of which planes is flat was used and a bulged edge with long edge and a bulged edge with saw teeth were preferred. The bottom with a edge is divided into a flat stone and a ply and more than 3/4 thick of the body is separated in long direction and 1/4 was retouched six or ten times to make a rabot blade.
For size of chopper and plane, the chopper is longer and wider, but the plane is thicker. Most of the chopper is retouched with an angle below 80 °, but the plane was retouched in right angle or obtuse angle. The choppers have straight edge or saw teeth blade, and the retouch range of curved blade is smaller than that of circumferential length. Choppers are made of round gravels and planes are made of broken gravels, which indicates that there is a difference in preference of shapes. The blades of both two stone devices were separated in long direction. The blade types of two devices were very different as follows: chopper was straight saw teeth and blade of plane was bulged saw teeth.
The planes here were mainly made of quartz and quartzite compared to those of other sites. The mean of length and width was between 0.9 and 1.2. Remains in Songduri and Baeki are longer instead of being wider, and the length index of those in Chonggok, Majeon, Gundong, Wondang, and Dosan was 1.1, longer instead of being wider. The mean width was 1.3 in Chonggok, Majeon, and Gundong, which is the same as that of Baeki, and weight is about 780g, similar to that of Dosan. The mean retouch angle of those in Chonggok, Dosan and Baeki was about 90°. Generally, it was confirmed that the planes in Baeki Site, Hongcheong County have many common things instead of having different aspects
This study confirmed that choppers and planes have difference in properties as well as in shapes through measuring and property analyses, but as it did not deal with use-wear, its function could not be clearly identified.

저자 : 具滋振 ( Koo Ja-jin )

발행기관 : 중부고고학회 간행물 : 강원고고학보 10권 0호 발행 연도 : 2007 페이지 : pp. 35-58 (2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영동지역의 신석기시대 집자리 유적은 양양 오산리 유적의 발굴조사를 통해 알려지기 시작하였고, 이후 유적의 조사 예가 매우 드물어 집자리 연구는 전무하다시피 하였다. 그러나 최근 다수의 신석기시대 집자리 유적이 조사되면서 집자리에 대한 초보적인 검토가 이루질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되었다. 이에 본고에서는 영동지역의 신석기시대 생활상 복원에 가장 중요한 집자리 유적을 상대편년을 통해 분기별로 구분한 후, 집자리의 구조 및 특징에 대해 살펴보았다.
영동지역 신석기시대 집자리 유적의 상대편년은 무문양토기, 오산리식토기, 융기문토기가 출토되는 유적을 Ⅰ기로, 지경리 유적을 대표로 하는 빗살무늬토기가 출토되는 유적을 Ⅱ기로 분류하였다. 유적의 입지나 출토유물에 있어 Ⅱ기 유적보다 후행하는 것으로 판단되는 고성 철통리 유적은 Ⅲ기로 분류하였다. Ⅰ기와 Ⅱ기의 분기설정에 따른 절대연대는 기존의 영동지역 신석기시대 토기편년의 연구성과와 방사성탄소연대측정값을 통해 볼 때, 기원전 3,500년을 전후한 시기로 나눌 수 있으며, Ⅲ기는 기원전 3,000년을 전후한 시기로 구분될 가능성이 높다.
지금까지 영동지역에서 조사된 신석기시대 유적은 대부분 사구지대에 위치하고 있는데, 이 중 Ⅰ기 유적은 사구지대가 시작되는 구릉 가까운 지역, Ⅱ기 유적은 사구지대의 중간이나 Ⅰ기 유적 상층에 위치한다. Ⅲ기 유적은 구릉지대에 입지하고 있어 시기에 따른 집 자리의 입지선정에 변화가 있었음을 알 수 있다. 이러한 입지양상의 변화는 청동기시대 집 자리로 이어지는데, 영동지역의 청동기시대 유적은 모두 구릉지대에 위치하고 있다.
영동지역 신석기시대 집자리의 구조 중 평면형태는 전체적으로 원형→방형으로의 변화가 간취되며, 화덕자리 구조는 돌 두름식(圍石式)→구덩형(土城形)으로의 변화를 상정해 볼 수 있다. 화덕자리는 시기와 관련 없이 대부분 집자리의 중앙에 위치하며, Ⅰ·Ⅱ기에는 주로 원형과 방형의 형태가 주류를 이루다가 Ⅲ기에 이르면 원형으로 정형화되고 있다. 기둥구멍은 Ⅰ·Ⅱ기에 불규칙하거나 없는 경우가 대부분이나 Ⅲ기에 이르면 4주식 혹은 2주식으로 정형화되어 간다. 대부분 집자리가 사구지대에 위치하고 있어 바닥은 점토다짐을 한 것이 주류를 이루나 일부 모래, 점토+불다짐, 생토 등이 확인된다.
결국 영동지역 신석기시대 집자리는 주변지역의 신석기시대 집자리와 구조 및 입지에 있어 상이한 면이 확인되는데, 이는 생계방식의 차이에서 기인한 것으로 판단된다. 특히 영동지역은 석호와 동해, 태백산맥에서 뻗어 나온 나지막한 구릉지역의 3가지 주변 경관을 통해 어로를 중심으로 한 수렵·채집 및 초보적인 농경이 이루어졌던 것으로 추정된다.


The remains of dwelling site in the Neolithic age located at Yeongdong district have been known to the public through the excavation survey on the remains at Osan-ri, Yangyang. Since then, there has been almost no research work on the Neolithic age dwelling site at Yeongdong district with the trend of rare surveys on dwelling site in the Neolithic age. However, with a lot of recent surveys on remains on dwelling site in the Neolithic age, which led to a rudimentary examination of dwelling site, this research looked into the structure and characteristic of the dwelling site at Yeongdong district, which are the most vital to the restoration of the living pattern during the Neolithic age, by sectioned period through relative chronological recording.
First, tins researcher classified the relative chronological recording of dwelling site in the Neolithic age into the First Unit where non-patterned earthenwares, Osanri-typed earthenwares and protruded-pattern earthenwares are excavated, and Second Unit where tooth-comb pattern earthenwares are digged out with the remains located at Jigyeong-ri as a representative. Also, this research classified the remains at Cheoltong-ri, Goseong, which are judged to be preceded by the remains belonging to the Second Unit at a viewpoint of the general location of remains or excavated remains, into the Third Unit. The absolute period subsequent to unit-branch setup of the First Unit and Second Unit, at a viewpoint of the existing research results of chronological recording of the Neolithic age earthenwares at Yeongdong district and radiocarbon dating-based estimated value, could be divided into the period before or after 3,500 B.C. and the Third Unit could be possibly divided into the period before or after 3,000 B.C.
The remains of the Neolithic age surveyed at Yeongdong district up to now are mostly located at sand hill areas, among which the First Unit remains are located near hill areas where sand hill areas begin, the Second Unit remains are located m the middle of the sand hills or upper layers of the First Unit remains. It was found out that there were some changes in the selection of location for dwelling site subsequent to a period m that the Third Unit remains are situated at hilly areas. Such a change of locational aspects was linked to the Bronze age and the Bronze age remains at Yeongdong district are all located at hilly areas.
The plane form out of the Neolithic age dwelling site structures is judged to be changed to a square from a circle and it could be suggested that the structure of a site for a fireplace was changed into earth-digging type from propped stone-surrounding method. The site for a fireplace are mostly at the center of the dwelling site regardless of a period and the circular and square forms were mostly used in the First and Second Unit, and then the form of a fireplace got standardized into a circular form in the Third Unit.
There were almost no holes for a pole or irregularly made if it existed in the First and Second Unit, but the hole became standardized as 4-hole-method or 2-hole-method in the Third Unit. Most of the dwelling site are located at sand hill areas, so the bottom of a dwelling site was mostly clay-compacted, but sand, clay mixed with fire-compacting and fresh soil were discovered in some bottoms of a dwelling site.
Conclusively, the dwelling site of Yeongdong district in the Neolithic age was found to be different from that of its neighboring areas in the Neolithic age in a dwelling site, its structure and location, which is judged to be attributable to the difference in the way of living. Particularly, it is assumed that hunting, collecting and rudimentary farming was done centering around fishing routes through the three surrounding environs, such as lagoons, the East Sea and flat hilly areas stretching from the Taebaek Mountains at Yeongdong district.

저자 : 김현준 ( Kim Hyun-joon )

발행기관 : 중부고고학회 간행물 : 강원고고학보 10권 0호 발행 연도 : 2007 페이지 : pp. 59-82 (2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고의 목적은 북한강유역의 청동기시대 취락의 특징, 특히 입지적 특징을 검토하고 주거지에서 출토된 석기를 분석하여 생업의 형태를 고찰하는 것이다.
북한강유역 대부분의 취락은 강변의 충적대지에 입지하고 있다. 특히, 용암리유적은 북한강이 곡류하면서 형성된 활주사면에 위치하며, 이러한 지형은 대규모 취락으로 발전할 수 있는 잠재적 위치를 확보하고 있다. 특히 많은 양이 출토된 합인석부의 존재는 주변 배후 사면에 형성된 구릉지를 개간하기 위한 것이라고 판단된다.
천전리유적은 범람원의 자연제방에 입지하고 있으며, 거주공간과 경작영역이 함께 확인되는 전형적인 마을유적이다. 또한 시기적으로 단계별 생활공간과 매장공간의 변화상을 밝힐 수 있어 주목을 요한다.
북한강유역 취락에서 출토된 생업도구는 합인석부가 비교적 상당히 높은 비중을 차지하는 특징을 보인다. 이는 벌목구로서 주변지세가 높고 산림의 벌목 비중이 높은 것을 반영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한편, 북한강이라는 큰 강변에 위치함에도 불구하고 다른 지역에 비해 어로구의 출토빈도가 적은 것, 그리고 석촉의 출토빈도가 높고, 천전리유적ㆍ거두(2) 지구 유적에서 확인된 함정유구, 일체형석촉의 존재로 볼때, 이 지역 집단은 수렵문화의 비중이 높고, 농경도 함께 병행하는 집단으로 파악하였다.
북한강유역의 청동기시대인들은 高地의 산지를 피해 강안의 넓은 충적대지를 삶의 터전으로 삼았으며, 청동기시대 중기 이후 주거공간과 경작지가 확대되고 수렵의 특성이 짙은 문화를 영위한 것으로 판단된다.


The purpose of this paper is to study the features of structural parts and location conditions in Bukhan river region and to investigate the productive method through analysis of the stone artifacts from the dwelling sites.
Most of the site are located in flood plain formed in low riverside.
Especially, the site of yongamri is located in point-bar with Bukhan river that formed wind water course. Such a configuration of the ground can be developed into large scale settlement. Also a lot of cross axes excavtaed in yongamri are considered to cultivate hillrock areas in slope of south region by the settlers. The cheonjeonri site which located in natural river bank is a typical site of the settlement.
In most of settlements of the Bukhan river are discovered so many arrow of one body, cross axes, on the other hand fishing tools such as netsinker are hard to find in that sites. The sites of traps in cheonjeonri and geoduri are considered to be a clear proof of high level hunting culture in this Bukhan river area.
The man of bronze age in Bukhan river area are seemed to occupy flood plain keeping away from hillrock land. Since middle bronze age the settlers of this area are considered to control enlarged land and hunting culture.

저자 : 주영민 ( Joo Young-min )

발행기관 : 중부고고학회 간행물 : 강원고고학보 10권 0호 발행 연도 : 2007 페이지 : pp. 83-105 (2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고려시대 지배층분묘로 추정되는 墓成施設憤墓는 장방형 曲墻과 전방에 1~2단의 參拜壇이 설치된다. 매장주체부는 석실, 석곽, 토광 등 다양한 양식으로 조영되고, 각 品職에 따라 조영규범이 시기를 달리하며 禁制되어 있다. 이러한 특징이외에도 지금까지 발굴 조사된 묘역시설분묘는 중복관계에서 특이한 양상을 보이고 있는 것이 확인된다.
신분제사회에서의 분묘조영 행위는 사회적 위치를 드러내는 직접적인 행위였을 것이다. 더욱이 신분에 따른 차별적 규모의 분묘조영 원칙이 엄격했던 사실을 감안하면, 서열을 가리는 중요한 준거로 사용되었음이 분명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당대 지배층분묘로 추정되는 묘역시설분묘의 중복은 아이러니가 아닐 수 없었다. 특히 매장주체부가 거의 중복되지 않고, 앞서 조영된 묘역시설분묘를 파괴하고 조영시기가 비슷한 타 분묘가 조영된다는 지금까지의 보고 결과는 더욱 이해할 수 없었다.
그러나 중복유형의 분석결과 종래의 보고가 잘못된 것이 확인되어, 이와는 반대로 묘역시 설분묘가 좋은 입지를 선점한 하위 묘제의 분묘를 파괴하고 조영된 사실을 알 수 있었다. 또한 묘역시설분묘를 조영할 수 있는 신분층 내에서는 하위 묘제의 매장주체부를 파괴하지 않고 봉분만 평탄화한 다음 그 위에 조영된 사실을 고고학적 자료와 문헌자료의 비교를 통하여 확인할 수 있었다. 특히 이러한 중복양상이 12세기경 近畿 이외의 지방에 조영된 묘역시설분묘들에서 집중적으로 확인되고 있다. 그러나 중복유형의 분석결과 종래의 보고가 잘못된 것이 확인되어, 이와는 반대로 묘역시설분묘가 좋은 입지를 선점한 하위 묘제의 분묘를 파괴하고 조영된 사실을 알 수 있었다. 또한 묘역시설분묘를 조영할 수 있는 신분층 내에서는 하위 묘제의 매장주체부를 파괴하지 않고 봉분만 평탄화한 다음 그 위에 조영된 사실을 고고학적 자료와 문헌자료의 비교를 통하여 확인할 수 있었다. 특히 이러한 중복양 상이 12세기경 近畿 이외의 지방에 조영된 묘역시설분묘들에서 집중적으로 확인되고 있다. 이러한 결과는 고려시대 묘지명을 분석하여 지배층의 매장지를 분석한 김용선의 연구결과와 일치하고 있다. 따라서 12세기경에 집중적으로 나타나는 묘역시설분묘의 중복현상은 당시 입사가 가능한 지방향리층 중에서 관인층에 준하는 묘제를 차용한 결과, 무덤의 주변 조영시설이 크게 확장되면서 어쩔 수 없이 주변 무덤을 파괴한 것으로 이해된다.


The tombs for ruling classes in Goryeo Dynasty, graveyard facility tombs had a rectangular Gokjang and a 1 - to 2-layered worshipping altar in front. The main body of burial was erected by various techniques such as seoksil (stone vaults), Seokgwak (stone layers) and Togwang (pit) and the rules governing the erection of the tombs were varied and prohibited by period depending on each official rank. Other than such features, it has been confirmed that the graveyard facility tombs excavated and surveyed so far had unusual aspects in the relationship that the tombs were overlapped.
The action of erecting a sepulcher (grave) m class-oriented society would be a means of directly revealing one's social status. Furthermore, when considering the fact that the principles of erecting discriminative scope of sepulchers depending on one's class were strictly observed, the said action must have been used as an important standard that divided the rank. Nevertheless, it would be ironical that the graveyard facility tombs for the then prominent persons were overlapped. Especially, it would not be quite understandable the research results held so far, in which the main bodies of burials were not nearly overlapped and the previously erected graveyard facility tombs were destroyed and other tombs of similar erection period were erected.
However, after analyzing the types of overlapping, it has been confirmed that the existing reports were wrong. It has been noted that the graveyard facility tombs were erected by destroying the sub-graves (sub-sepulchers) that had occupied better positions. In addition, it has been found through the comparison of archeological data and literary materials that the main bodies of burials for sub-rank graves were not destroyed and only their grave mounds were flattened within the classes that could erect the graveyard facility tombs before their erection was made. Especially, such overlapping aspects were found conspicuously m the graveyard facility tombs erected somewhere in the 12th century. In this regard, it has been understood that some of the then local Hyangri-class people (clerk) used the tombs equivalent to that of the class of government officials', as a result, the neighboring erection facilities of tombs has been largely expanded and their neighboring tombs were unavoidably destroyed.

1
권호별 보기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