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문화재 과학기술 update

Science and Engineering of Cultural Heritage

  • : 공주대학교 문화재보존과학연구소
  • : 인문과학분야  >  한국사
  • :
  • :
  • : 연속간행물
  • : 연간
  • : 1598-5709
  • : 2713-7813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14권1호(2019)~15권1호(2020) |수록논문 수 : 20
문화재 과학기술
15권1호(2020년 12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1국립중앙과학관 소장 은입사화로의 과학적 보존처리를 통한 입사 기법 고찰

저자 : 이재성 ( Jaesung Lee ) , 윤혜성 ( Hye Seong Youn ) , 김미현 ( Mi Hyun Kim )

발행기관 : 공주대학교 문화재보존과학연구소 간행물 : 문화재 과학기술 15권 1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12 (1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우리나라의 전통 과학기술을 연구하고 전시하는 국립중앙과학관에는 표면의 문양을 은실로 아름답게 꾸민 은입사화로가 있다. 화로의 사용이 널리 보편화되면서 백동에 은입사를 하여 문양을 넣거나 전체를 은으로 만든 고급 화로들이 만들어지기 시작하였다. 이처럼 표면에 수(壽)·복(福)과 같은 문자나 여러 가지 문양을 새기는 은입사는 비교적 단순한 형태의 화로에 장식적 효과를 주었다. 국립중앙과학관 소장은입사화로는 육각형 형태의 외함, 내함(1), 내함(2)로 구성된 3단 구조의 화로이다. 화로는 철로 형태를 만들고 표면에 은입사를 했기 때문에 표면에는 철 부식화합물이 생성되고, 입사한 은의 일부에는 황화은(AgS)이 만들어져 흑회색으로 변색되었다. 따라서 적갈색으로 산화되어 가는 철부식을 억제시키고, 흑회색으로 퇴색되어 가는 은입사 부위를 본래 색상으로 안전하게 되돌리는 보존처리가 요구되었다. 또한 표면에 문양을 매우 정교하게 입사한 은입사화로는 우리나라 전통 입사공예 기법의 우수성을 보여주기 때문에 전통 은입사 기법에 대한 과학적 조사연구가 필요하다. 먼저 부식이 진행되고 있는 은입사화로를 과학적으로 보존처리하여 안정성을 부여하였다. 그리고 X선 투과 조사 및 XRF 성분 분석 등 과학적 조사를 통해 은입사화로의 바탕금속인 철이 단조로 제작되었음을 확인하였으며, 내함(2)는 아연으로 만들어진 수입품의 가능성도 확인하였다. 은입사화로는 철로 만든 바탕금속의 바깥 표면을 네 차례 쪼음질하여 입사면을 만들고, 그 위에 은실로 촘촘히 입사하는 쪼음입사기법으로 문양을 입사하였다.


In the National Science Museum, which studies and exhibits Korean traditional science and technology, there is the silver inlaid iron brazier beautifully decorated with silver thread on the surface. As a brazier has widely used, high-quality braziers made of cupro-nickel with silver inlaid patterns or all made of silver itself for the whole shape began to be manufactured. In this way, the silver inlay on the surface w ith l etters (such as 壽, 福) or various patterns effectively decorated braziers in a relatively simple shape. The silver inlaid iron brazier owned by the National Science Museum is a three-layered brazier consisting of a hexagonal outer brazier, an inner brazier (1), and an inner brazier (2). The shape of this brazier was made of iron and silver was inlaid on the surface. Therefore, corrosive iron compounds were formed on the surface, and silver sulfide (AgS) was formed on some parts of the inlaid silver, which turned blackish gray. Accordingly, conservation treatment was required to inhibit corrosion of iron which causes the brazier to be oxidized in reddish brown, and to safely restore color of silver inlaid areas that faded to blackish gray to their original color. In addition, this iron brazier with very delicately silver inlaid patterns on the surface shows the excellence of Korean traditional craft techniques. In this regard, further scientific research on the traditional silver inlay technique is needed . For the silver inlaid iron brazier that is being corroded, conservation treatment was scientifically conducted to give its condition stability. And through scientific investigations such as X-ray radiography and XRF analysis, it was identified that the base metal of the brazier is manufactured by forging iron, and there is the possibility that the inner brazier (2) was the imported product made of zinc. The silver inlaid iron brazier was made by chiseling to cut a groove on the outer surface of the iron base metal four times. And on top of it, silver thread was finely inserted with a cross-hatch chiseling inlay technique.

2논산 노성산성의 보존상태와 관리시스템 적용성 연구

저자 : 이찬희 ( Chan Hee Lee ) , 박석태 ( Seok Tae Park ) , 박준형 ( Jun Hyoung Park )

발행기관 : 공주대학교 문화재보존과학연구소 간행물 : 문화재 과학기술 15권 1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3-24 (1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논산 노성산성은 백제시대를 대표하는 테뫼식 산성이나 고려 및 조선시대에 이르기까지 통시 대적으로 사용되었다. 1995년부터 6차례 이상의 보수정비가 수행되었지만, 현재 성벽의 곳곳에서 개별 부재의 손상과 구조적 변형이 나타난다. 보존상태를 중심으로 성벽의 손상상태등급을 설정한 결과, 보수한 부분을 제외하면 대부분의 성벽에서 구조적 변형이 발생하였다. 이를 토대로 보존관리등급을 검토하여 총 4개소에 해당하는 긴급보수 구간을 제시하였다. 또한 노성산성의 관리시스템 수립을 위해 다른 성곽문화유산의 적용사례를 고찰하여 충분한 가능성을 확인하였다. 그러나 각각의 성곽문화유산은 보존상태와 특성에 적합한 관리시스템이 적용되어야 한다. 따라서 정밀진단 및 안전성 평가를 통해 획득한 자료를 근거로 노성산성의 현황에 맞는 관리방안을 수립해야 할 것이다.


The Noseongsanseong fortress in Nonsan was used throughout the period until the Goryeo and Joseon dynasties as a Temoe-style (around the mountain top) fortress representing the Baekje Kingdom in ancient Korea. Since 1995, more than six repairs have been carried out, but damage and structural deformation of individual stone properties appear in various parts of the fortress walls. As a result of setting the damage status grade of the walls based on the conservation status, the structural deformation occurred in most of the walls except for the repaired sections. Based on the study, the conservation maintenance grade was discussed, and emergency repair sections corresponding to a total of 4 locations were suggested. In addition, to establish a maintenance system for the Noseongsanseong fortress, the application cases of other fortress cultural heritage were reviewed to confirm the sufficient possibility. However, for each fortress cultural heritage, a maintenance system appropriate to the conservation status and characteristics should be applied. Therefore, based on the data obtained through detailed diagnosis and safety evaluation, it is necessary to establish a conservation maintenance plan suitable for the current situation of the Noseongsanseong fortress.

3보령 웅천 구룡리 유적 출토 이식(耳飾)의 성분 조성과 제작기법

저자 : 정다연 ( Dayeon Jung ) , 조현경 ( Hyunkyung Cho ) , 박수경 ( Sukyoung Park ) , 배채린 ( Chaerin Bae ) , 조남철 ( Namchul Cho )

발행기관 : 공주대학교 문화재보존과학연구소 간행물 : 문화재 과학기술 15권 1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25-32 (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보령 웅천 구룡리 유적에서 출토된 이식 6점의 과학적 분석을 통해 제작기법 및 성분을 알아보고 이를 통해 타 지역 출토 백제지역 이식과 재료학적 특징을 비교 연구하고자 하였다. 이식의 제작기법을 알아보기 위해 실체현미경으로 세부 모습을 관찰하였으며, 성분 분석은 비파괴성분분석기인 휴대용 X선형광분석기를 이용하였다. 분석 결과, 보령 웅천 구룡리 유적에서 출토된 이식모두 구리를 주성분으로 하는 심재를 먼저 제작한 후 금판을 감싸고 가열압접한 후 둥그렇게 형태를 만드는 과정을 동일하게 적용한 것으로 보인다. 보령 웅천 구룡리 출토 금제이식의 4점은 매장상태에서 금장이 탈락되어 심재만 남은 것으로 추정되며, 나머지 2점은 금 75∼85%, 은 15∼25%, 구리 10% 미만이다. 보령 웅천 구룡리 외에 부여 합정리 문냉이골 분묘, 서산 부장리 출토 백제이식을 비교한 결과 동일한 기법으로 제작되었음을 알 수 있었다. 이식의 사용된 금장의 순도는 전반적으로 4∼5세기에 출토된 서산 부장리 이식은 금 70% 이하의 범위임을 확인할 수 있으며(그룹Ⅲ), 6세기 후반∼7세기 전반에 해당하는 보령 웅천 구룡리, 부여 합정리 출토 이식은 금 70%이상의 범위를 확인할 수 있다(그룹Ⅳ). 이를 통해 이식을 만드는 제작기법에는 큰 변화가 없지만 4∼5세기보다는 6∼7세기에 금의 순도가 높아지는 특징을 보인다. 이러한 결과가 사회적 지위, 기술의 발전에 의한 특징인지 또는 지역별 제련한 금의 순도 차인지는 시기별 이식의 대한 자료가 아직 부족하므로 향후 연구가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The scientific analysis of the six Earrings from Ungcheon Guryong-ri site in Boryeong, was conducted to find out the production techniques and components, and to compare and study the Earrings and material characteristics of Baekje excavated from other regions. Detailed images were observed through the actual microscopy to find out the manufacturing technique of Earrings, and the component analysis was made using a Portable X-ray Fluorescence Sesquential Spectrometer, a non-destructive component analyzer. As a results, All earrings excavated from Ungcheon Guryong-ri site in Boryeong, seem to have first made of copper-based core material, then wrapped the gold plate, heated and p r essed, and then applied the same process of forming a r ound shape. It is estimated that only copper remains due to the removal of the gold sheet from the burial condition of the 4 points of the Golden earrings excavated from Ungcheon Guryong-ri site in Boryeong. The remaining two points are 75-85% gold, 15-25% silver, and less than 10% copper. In addition to Ungcheon Guryong-ri site in Boryeong, Habjung-ri site in Buyeo and Bujang-ri site in Seosan showed that they were made with the same technique. It can be seen that the purity of gold used for earrings is generally less than 70% of gold for Bujang-ri site in Seosan excavated in the 4th and 5th centuries (Group III). For earrings excavated from Ungcheon Guryong-ri site in Boryeong and Habjung-ri site in Buyeo, more than 70% of gold can be confirmed (Group IV). Although the technique of making earrings does not change much, the purity of gold is higher in the 6th and 7th centuries than in the 4th and 5th centuries. Whether the result is a characteristic of social status, technological advancement, or the difference in the purity of smelted gold by region, it seems that there is still insufficient data on earrings by period. Further research is expected to be needed in the future.

4부안 내소사 대웅보전 내부 단청의 상태 진단 및 보존방안

저자 : 유영경 ( Yeong Gyeong Yu ) , 정선희 ( Sun Hee Jung ) , 이화수 ( Hwa Soo Lee )

발행기관 : 공주대학교 문화재보존과학연구소 간행물 : 문화재 과학기술 15권 1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33-42 (1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보물 제291호 부안 내소사 대웅보전의 내부 단청에 대한 보존방안을 마련하고자 과학적 조사를 통해 대표적인 단청 부재들의 보존상태를 파악하였다. 보존상태 진단 결과, 전반적으로 채색층 열화로 인한 물리적 손상과 먼지 등 이물질로 인한 오염 손상이 심화되고, 목재 균열 등 손상이 발생된 것으로 나타나 보존처리가 필요한 것으로 확인되었다. 적외선 촬영에서는 단청 밑그림에 그려진 먹선 등을 확인하여 제작 과정을 파악할 수 있었다. 열화상 조사에서는 채색층 박리 상태 및 정도를 파악할 수 있었으며, 메움처리 된 보수물질 등 단청 이외의 재질이 검출되었다. 본 연구 결과는 향후 내소사대웅보전 내부 단청의 효과적인 보존방안 및 처리를 위한 정보로 활용될 뿐만 아니라, 단청 문화재보존을 위한 기초 자료로 제공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In order to provide a conservation methodology for internal Dancheong of Daeungbojeon Hall in Naesosa Temple in Buan (Treasure No. 291), the conservation conditions of representative Dancheong objects was identified through scientific investigation.
As a result of the diagnosis, overall physical damage due to deterioration of the painting layer and contamination damage due to foreign substances such as dust intensified, and damage such as wood cracking occurred, confirming that treatment was necessary. In infrared photography, the ink line drawn in the sketch was confirmed to understand the manufacturing process of Dancheong. In thermal imaging, degree of delamination of the painting layer could be confirmed and substances other than Dancheong were detected, such as the reinforcing agent. The results of this study are expected to be used not only as information for effective conservation and treatment of Dancheong of Daeungbojeon in Naesosa Temple, but also as basic data for the conservation of Dancheong cultural properties.

5부여 쌍북리 56번지 사비 한옥마을 조성사업 부지 내 유적 도가니 특성 분석

저자 : 이수진 ( Su Jin Lee ) , 이소진 ( So Jin Lee ) , 김규호 ( Gyu Ho Kim )

발행기관 : 공주대학교 문화재보존과학연구소 간행물 : 문화재 과학기술 15권 1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43-51 (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부여 쌍북리 사비한옥마을 조성사업 부지 내 유적에서 출토된 도가니 13점에 대한 자연과학적 분석을 통하여 생산유적의 제작기술과 생산도구에 대한 기초자료를 제시하고자 한다. X-선 촬영을 통해 도가니의 재질 및 내부 상태를, 실체현미경을 통해 형태적 특징을 조사하였다. 또한 X-선형광분석기를 이용하여 도가니의 바탕과 내, 외면의 용융물질의 표면 조성을 분석하여 도가니의 용도를 검토하였다. 조성분석 결과, 도가니 13점은 구리-주석-납의 삼성분계 청동 도가니 6점, 구리-주석의 이성분계 청동 도가니 1점, 순동 도가니 2점, 납유리 도가니 3점, 용도 미상 도가니 1점으로 확인된다. 용도 미상 도가니 1점은 내, 외부에서 동합금 또는 유리 용융과 관련된 원소가 확인되지 않았다. 정확한 용융물질을 확인하기 위하여 별도 내부물질에 대한 시료 분석이 필요하다.


This study is attempted to perform a natural science analysis for thirteen crucibles excavated from the ruins on the site of the Sabi Korean Folk Village Development Project in order to get the basic material for production techniques and tools for production ruins. The material and internal state of the crucible were investigated through X-ray photography, and the morphological characteristics were investigated using a stereomicroscope. In addition, using a X-ray Fluorescence Spectroscope, we analyzed the composition of outer surface molten material under the crucible, and examined the use of the crucible. From the results of the composition analysis, thirteen crucibles were six Cu-Sn-Pb three-component bronze crucibles, one Cu-Sn two-component bronze crucibles, two pure copper crucibles, three lead glass crucibles, and one crucible which is unknown. The molten materials were no identified inside or outside the unknown crucible. To identify the molten material accurately, it is necessary to take the internal samples.

6천연 무즙과 도라지즙의 직물 세척 적용가능성 연구

저자 : 이누리 ( Nu Ri Lee ) , 홍창용 ( Chang Yong Hong ) , 김성은 ( Seong Eun Kim ) , 정용재 ( Yong Jae Chung )

발행기관 : 공주대학교 문화재보존과학연구소 간행물 : 문화재 과학기술 15권 1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53-60 (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과거 문헌에서 직물 세척제로 기록된 다양한 천연재료 중 무즙과 도라지즙을 대상으로 세척성과 안정성을 확인하였다. 세척제로 무즙, 도라지즙, SDS, 증류수를 선정하였고, 직물 시편으로 면포, 곰팡이 오염포, 습식인공오염포를 선정하였다. 세척성 평가는 실체현미경 관찰, 색도 측정, 오염제거율 측정을 실시하였고, 안정성 평가는 면포와 오염포를 대상으로 실체현미경 관찰, 색도 측정, 직물pH를 측정하였다. 세척성 평가 결과, 무즙과 도라지즙은 일반 오염보다 곰팡이 오염 세척에 효과적임을 알 수 있었으며, 무즙이 도라지즙보다 세척성이 높았다. 안정성 평가 결과, 무즙과 도라지즙은 섬유 손상이 확인되지 않았으며, 무즙은 pH 측정 결과 중성으로 나타났다. 따라서 무즙이 면직물세척제로써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prove the textile detergency and stability of radish juice and balloon flower root juice among the various natural meterials recorded as textile cleaning agents in historical record. Radish juice, balloon flower root juice, sodium dodecyl sulfate, and distilled water were selected as textile cleaning agents, and fungal soiled fabric and artificially soiled fabric were selected as fabric specimens. Detergency evaluation was performed by stereo-microscope observation, chromaticity measurement, and soil removal measurement. And the stability evaluation was conducted stereo-microscope observation, chromaticity measurement, and fabric pH measurement for the unsoiled and soiled fabric. As a result of detergency evaluation, radish juice and balloon flower root juice were more effective in cleaning fungal contamination than general contamination, and radish juice showed higher detergency than balloon flower root juice. As a result of stability evaluation, radish juice and balloon flower root juice did not show any fabric damage, and pH of fabric cleaned with radish juice appeared neutral. Therefore, radish juice can be used as a cotton fabric cleaning agent.

7춘천 우두동 출토 토양과 토기의 재료학적 특성 및 상관성 분석

저자 : 김수경 ( Su Kyoung Kim ) , 한민수 ( Min Su Han ) , 이명성 ( Myeong Seong Lee )

발행기관 : 공주대학교 문화재보존과학연구소 간행물 : 문화재 과학기술 15권 1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61-73 (1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춘천 우두동 유적지에서 출토된 토양과 토기에 대해서 성분과 구성광물, 소성온도를 분석하여 비교함으로써 토양과 토기의 재료학적 상관성을 밝히고자 하였다. 주거지에서 수습한 토양은 다양한 색상을 띠고 있었으며, 점성과 가소성을 가지고 있었다. 주요성분 함량 분석결과, 토양에는 Fe2O3의 함량이 높고, 토기는 Al2O3의 함량이 상대적으로 높았으나 전체적인성분함량 범위 안에서 뚜렷한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주요 구성광물은 토양과 토기에서 모두 유사했으나, 170호와 188호 주거지에서 수습된 토양에서 다량 포함된 녹니석과 장석류의 영향으로 MgO, K2O, CaO 등 일부 성분에서 차이를 보이기도 한다. 판별분석 결과, 토양과 토기가 서로 떨어져 존재하나 실제 구조행렬의 값에서 알 수 있듯이 특정 화합물의 비 차이로 인해 나타나는 완전히 다른 차이라고 보기 어려워 상관성이 있는 것으로 판단된다. 결론적으로 토양과 토기의 주요성분과 구성광물이 유사하고, 지역의 지질 특성을 반영하고 있는 것으로 판단됨으로 주거지 토양이 토기의 제작 재료로써 사용되었을 가능성이 높다고 판단할 수 있다. 다만, 낙랑계 토기와는 상관성이 낮은 것으로 판단되어 이에 대한 추가적인 연구가 필요하다.


The material correlation between soils and potteries were investigated by analyzing and comparing the composition and firing temperature of the soils and potteries excavated from the Chuncheon Udu-dong site. The soils collected from dwelling had various colors and had plasticity. As a result of analyzing and comparing the content of major components, the content of Fe2O3 was relatively high in soils, and the content of Al2O3 was relatively high in potteries. However, within a wide range, there was no distinct difference between them. In addition, as a result of comparing the content of constituent minerals and major components of the soils with potteries, similarity was shown within a wide range. The major constituent minerals were similar in both soils and potteries, but some components such as MgO, K2O, and CaO were different due to the influence of chlorite and feldspar contained in large amounts in the soils collected in dwellings No. 170 and No. 188. As a result of estimating the firing temperature of potteries through constituent minerals and thermal analysis, it can be divided into those estimated at 900~940℃ and those estimated at 800~900℃ regardless of the type. As a result of discriminant analysis, soils and potteries exist apart from each other, but as can be seen from the values of the actual structural matrix, it is judged that there is a correlation because it is difficult to say that they are completely different due to the ratio of specific compounds. In conclusion, it is highly correlation that soils collected from dwellings were used as materials for potteries, as the main components and constituent minerals of soils and potteries are similar and reflect the geological characteristics of the region. However, it is judged to have a low correlation with the Lelang potteries, so further research is needed.

8푸새직물의 효소세척 시 계면활성제 적용 연구

저자 : 윤다영 ( Da Young Yoon ) , 최지선 ( Ji Sun Choi ) , 김태헌 ( Tae Heon Kim ) , 정용재 ( Yong Jae Chung )

발행기관 : 공주대학교 문화재보존과학연구소 간행물 : 문화재 과학기술 15권 1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75-83 (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푸새는 직물에 풀을 먹이는 행위로 전통 의류 관리 방법 중 하나이다. 전분으로 이루어진 풀은 푸새직물 문화재에 생물학적 손상을 가속할 수 있어 고착된 풀을 제거하는 과정이 요구된다. 본 연구에서는 고착된 풀 제거 시 세척성 향상을 위해 효소(α-amylase)세척에 세척제의 침투력을 높이는 계면활성제(SDS, Triton X-100)의 적용 가능성을 확인해보고자 하였다. 계면활성제의 적용 평가는 직물 내 잔여 전분 검증, 세척성 및 재질 안정성 평가를 통해 진행하였다. 잔여 전분 검증에서는 효소세척에 계면활성제를 적용했을 때, 푸새하지 않은 원포와 유사한 경향을 띠어 직물 내에 풀이 남아있지 않음을 확인하였다. 세척성 평가에서는 계면활성제 중 SDS로 세척 후 효소 세척을 하였을 때 세척성이 우수한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세척성 평가에서 SDS는 세척으로 정돈된 표면 특성을 관찰할 수 있었으며, 세척률 평가에서도 면과 견 각각 66.3%, 29.8%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또한 안정성 평가에서도 효소세척보다 SDS를 적용한 세척 방법이 pH가 중성에 가깝게 나타났고, 미생물 오염도가 가장 낮아 안정성을 확인하였다. 따라서 열화된 푸새직물의 효소세척 시 계면활성제의 적용이 세척 방법으로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Sizing(Pusae) is the act of starching fabrics and is one of the traditional ways to take care of clothes. Rice powder based starch can accelerate biological damage to sized historic textile, so removing the rice powder is needed. The objective of this study is to investigate applicability of surfactants(SDS, Triton X-100), which increase permeability of the cleaning agent in enzyme cleaning, in order to improve detergency when cleaning the sized fabrics. Applicability evaluation was performed by comparison of residual starch, and evaluation of detergency, and material stability. In the comparison of residual starch, rice starch in the fabrics of enzyme cleaning after surfactants did not remain as they were similar to the fabrics without sizing. In the evaluation of detergency, enzyme cleaning after SDS had excellent detergency. As enzyme cleaning after SDS had the neat and tidy surface, and in the evaluation of soil removal, those of cotton and silk were very high at 66.3% and 29.8%, respectively. As a result of material stability, when using enzyme cleaning after SDS. pH was nearly neutral compared to enzyme cleaning, also the result of microbial contamination was the lowest. As a result, it is likely that the surfactant will be used when cleaning the degraded sized fabric with amylase.

93D 프린터를 활용한 원주 법천사지 지광국사탑 실물모형 제작

저자 : 이태종 ( Tae Jong Lee ) , 권병학 ( Byunghak Kwon )

발행기관 : 공주대학교 문화재보존과학연구소 간행물 : 문화재 과학기술 15권 1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85-92 (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지광국사탑 실물모형 제작은 기존의 모르타르 복원부재 제거 후 결실부분 신석복원 시참고가 될 수 있는 기준 정보, 중요 도상과 문양의 체적을 파악할 수 있는 형상정보를 획득하기 위해 시작하였다. 해당 모형의 제작 범위는 부재 1/3이상 파손·결실된 옥개석 이상 상륜부재로 보주, 보개, 보륜, 앙화, 옥개석 총 5개 부재이다. 디지털자료기반 모형제작 과정을 살펴보면 기존의 모형제작 과정과 차이를 보이고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기존 모형제작과정은 대상에 대한 스케치를 수행하고 그 대상에 대한 모형 틀을(석고 및 실리콘) 만들게 된다. 이때 모형틀 제작에서 작업자의 개인차가 발생하는데 숙련도 및 대상문화재 정보, 작업자의 주관적 생각이 모형틀 조각에 반영된다. 지광국사탑을 제작하는데 있어서 가장 중요한 부분은 정확한 정보를 기반으로 해당 모형이 제작되어야 한다는 것이다. 따라서 기존 방식의 모형제작은 모형틀 작업이나 조각이 작업자의 숙련도에 따라 결과물의 차이가 발생할 수 있다. 하지만 디지털 자료 기반의 모형제작은 디지털자료의 정확한 수치정보를 기반으로 3D 프린팅하기 때문에 주관적인 정보는 배제되고, 더욱 정밀하고 객관적 정보에 기반을 두는 사실 구현이 가능하다는 점이다.


The production of the full-sized model of stupa of the state preceptor jigwang was started to obtain standard information that can be used as a reference when restoring the new stone in the fruited part after removing the existing mortar restoration member, and shape information that can grasp the volume of important icon and patterns.
The production range of this model is a total of five members, including mound, bogae(baldachin), boryun, anghwa, and roof stone, as upper ring members with more than 1/3 of the members damaged or lost. Looking at the digital data-based modeling process, it can be seen that there is a difference from the existing modeling process.
In the existing modeling process, a sketch is performed on an object and a model frame (lime and silicon) is created for the object. At this time, there is individual difference between the workers in the production of the model frame, and the skill level, information on the target cultural property, and the subjective thought of the worker are added to the model frame sculpture. The most important part in making stupa of the state preceptor jigwang is that the corresponding model must be produced based on accurate information. Therefore, in the conventional method of modeling, there may be differences in the results of model frame work or sculpture depending on the skill level of the worker. However, since digital data-based modeling is 3D printed based on accurate numerical information of digital data, subjective information is excluded, and the fact that it is based on more precise and objective information is possible.

10360도 파노라마 이미지 기반 발굴 유적의 가상현실 콘텐츠 구축

저자 : 안소린 ( So Rin An ) , 조영훈 ( Young Hoon Jo )

발행기관 : 공주대학교 문화재보존과학연구소 간행물 : 문화재 과학기술 15권 1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93-99 (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연구에서는 대통사지 추정지 내 공주 반죽동 176번지 유적을 대상으로 360° 파노라마 이미지 기반의 가상현실(virtual reality; VR) 환경을 구축하고, 여기에 발굴 성과와 관련된 아카이브 자료를 연계하여 온라인 콘텐츠를 완성하였다. 전체적인 VR 콘텐츠 제작과정은 8지점 74장의 지상 및 항공사진 촬영, 사진 중첩도 영상분석, 0.34∼5.81 픽셀 범위의 사진 스티칭, 파노라마이미지 제작, 렌더링을 통한 VR 구현, 4종 23건의 아카이브 자료 연계, VR 투어 제작 순으로 진행하였다. 이렇게 완성된 파노라마 VR은 발굴 유적의 공간 기록 및 보존 정보를 전달하고 시간적 및 물리적 한계를 극복하는데 매우 유용한 자료이다. 또한 팬데믹 상황에서 문화유산에 접근할 수 있는 온라인 플랫폼을 제공하여 오프라인 전시 및 답사를 보완하는 디지털 콘텐츠로 널리 활용될 것으로 판단된다.


In this study, a virtual reality (VR) environment based on a 360° panoramic image of the excavated remains of 176, Banjuk-dong, Gong-ju area within the projected site of Daetongsaji Temple Site and created an online content utilizing the archived documents generated regarding the excavation. The overall production process of the VR content was done in order from taking 74 terrestrial and aerial photos of the eight sites, image overlay analysis, stitching of photos within 0.34 - 5.81 pixel range, production of a panoramic image, constructing a virtual reality through rendering, linking with four types of total 23 archived documents, and the production of a VR tour. The completed panorama VR is very useful as a record of the excavated relic site as well as a tool that delivers information of its conservation, thereby overcoming time and physical limitations. Also, as an online platform which provides access to the cultural heritage in the midst of the pandemic, it is expected to be a widely used digital content that can complement offline exhibition and site survey.

12
권호별 보기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 | | |
1연안해역에서 석유오염물질의 세균학적 분해에 관한 연구

(2006)홍길동 외 1명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해당 간행물 관심 구독기관

한국전통문화대학교 공주대학교 명지대학교 고려대학교 한서대학교
 7
 6
 6
 3
 3
  • 1 한국전통문화대학교 (7건)
  • 2 공주대학교 (6건)
  • 3 명지대학교 (6건)
  • 4 고려대학교 (3건)
  • 5 한서대학교 (3건)
  • 6 중앙대학교(서울) (3건)
  • 7 우송대학교 (1건)
  • 8 강원대학교 (1건)
  • 9 경희대학교 (1건)
  • 10 한남대학교 (1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