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육아정책연구소> 육아정책연구

육아정책연구 update

Korean Journal of Child Care and Education Policy (KJCCEP)

  • : 육아정책연구소
  • : 자연과학분야  >  가정
  • : KCI등재
  • :
  • : 연속간행물
  • : 연3회
  • : 1976-6793
  • : 2713-6094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11권2호(2017)~15권1호(2021) |수록논문 수 : 64
육아정책연구
15권1호(2021년 06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초등 전환기 사교육 서비스 이용 행태에 관한 연구

저자 : 최효미 ( Hyo Mi Choi ) , 이정원 ( Jeong Won Lee ) , 김태우 ( Tae Woo Kim )

발행기관 : 육아정책연구소 간행물 : 육아정책연구 15권 1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3-27 (2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초등 전환기 아동의 사교육 서비스 이용 행태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을 알아보기 위해 logit 및 tobit 분석을 실시하였으며, 사교육 서비스 이용 행태 변화를 알아보기 위해 이원고정효과모형 분석을 실시하였다.
분석 결과, 유아기(만6세)는 가구 특성에 따라 사교육 서비스 이용이 큰 차이를 보이지 않은데 반해, 초등1학년(만7세)의 사교육 서비스 이용시간과 이용비용에는 부 학력수준, 가구소득, 총 자녀수 등이 유의미한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초등1학년에 입학하면서 가구 특성과 무관하게 사교육 서비스 이용이 증가하는 시차효과가 뚜렷하게 발견되었다. 이에 근거하여, 취약 가구에 대한 공적 돌봄 및 교육 지원 확대, 방과 후 활동 내실화 및 인식 개선 등을 제언하였다.


This study conducted a multifaceted exploration of the determinants of private education among children transitioning from age six(preschool) to age seven(first grade of elementary school). First, households with multiple children faced constraints in accessing private education, thus confirming the need for support policies directed at alleviating the financial burden of education. Second, evidence demonstrated that among first-graders, household income influenced the time and expenditure invested in private education. This suggests the need for attention to prevent income gaps translating into educational gaps. Third, the use of private education services appeared to be further motivated by educational purposes than by the need to compensate for deficits in caretaking, thus indicating the need to strengthen the quality of public care services for elementary school-aged children. Fourth, a pronounced time lag effect was observed in behavioral changes associated with private education use among children transitioning to elementary school. This implies the need to improve the quality of public education services, as well as to concurrently consider efforts to shift perceptions to prevent excessive dependence on private education.

KCI등재

2공립유치원의 조직풍토가 교사의 전문성에 미치는 영향

저자 : 안혜정 ( Hyejung Ahn )

발행기관 : 육아정책연구소 간행물 : 육아정책연구 15권 1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29-52 (2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공립유치원의 조직풍토와 교사의 전문성 간의 관계를 살펴보고, 공립유치원을 단설유치원과 병설유치원으로 구분하여 조직유형에 따른 조직풍토가 교사의 전문성에 미치는 영향을 밝히는데 목적이 있다. 수도권 소재의 공립유치원 교사 228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하였으며, 다중회귀분석을 실시하였다. 연구결과 첫째, 공립유치원의 조직풍토와 교사의 전문성 간에 유의미한 정적상관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단설유치원의 조직풍토 중 동료관계와 원장지원은 교사 전문성에 정적 영향력을, 의사결정은 부적 영향력을 미치는 변인으로 나타났다. 셋째, 병설유치원의 조직풍토 중 전문성지원과 목표합의는 정적 영향력을, 원장지원은 부적 영향력을 미치는 변인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결과를 통해 공립유치원의 조직유형에 따른 관리자 교육 및 교사 전문성 개발의 차별화된 정책적 지원이 필요함을 제시하였다.


This study aimed to investigate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organizational climate of public kindergartens and teachers' professional competence. Further, it attempted to examine the organizational climate's influence on professional competence across two types of kindergartens; public detached kindergartens and public elementary school-affiliated kindergartens. A survey method was employed to collect data, from 228 teachers from public kindergartens located in a metropolitan area. The data were analyzed using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First, a significant and positive relationship was found between public kindergartens' organizational climate and teachers' professional competence. Second, among the sub-factors in the organizational climate of public detached kindergartens, collegiality and supervisor support were found to positively affect teachers' professional competence, while decision-making had a negative influence. Third, among the sub-factors in the organizational climate of public elementary school-affiliated kindergartens, opportunities for professional growth and goal consensus were found to positively affect teachers' professional competence, while supervisor support had a negative influence. Depending on the type of public kindergarten, a differentiated idea of policy is suggested to appropriately support managerial learning and teachers' professional development.

KCI등재

3어머니 직장의 가족친화제도 시행과 이용이 맞벌이-공동양육 (dual earner-dual carer) 잠재집단에 미치는 종단적 영향

저자 : 최지은 ( Jieun Choi ) , 이지원 ( Jiwon Lee ) , 김현경 ( Hyoun K. Kim )

발행기관 : 육아정책연구소 간행물 : 육아정책연구 15권 1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55-79 (2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한국아동패널 아동의 0~3세 시기 맞벌이가족(N=640)의 사회인구학적 특성과 어머니 직장의 가족친화제도 시행 및 이용이 6세 때의 맞벌이 유지 여부와 공동양육 양(부모간 양육분담)과 질(부모 간 갈등, 비난 등) 수준이 다른 네 개의 잠재집단을 어떻게 예측하는지 분석하였다. 연구결과 어머니의 긴 근무시간, 아버지의 짧은 근무시간은 이후 맞벌이 유지와 공동양육 양에 긍정적인 영향을 주었고, 전체 가족친화제도의 시행과 휴직지원 제도의 시행 및 이용은 맞벌이 유지와 공동양육 양과 질에 긍정적 영향을 주었다. 끝으로 맞벌이가족 어머니의 경력단절 방지와 두 부모의 공동양육 증진을 통하여 2인 소득-2인 양육자 모델(dual earner-dual carer model) 정착을 위한 방안을 논의하였다.


To examine the longitudinal effects of family-friendly policies (FFPs) in mothers' workplaces, 640 dual-earner (DE) families with a child aged zero to three from the Panel Study on Korean Children were analyzed. The study examined whether the families would be characterized by different latent profiles regarding DE status as well as the quantity (e.g., dividing childcare work) and quality (e.g., conflict between parents) of the coparenting when the child was six years old. Further, this study examined whether sociodemographic factors as well as the implementation and utilization of FFPs in mothers' workplaces predicted profile membership. Four distinctive profiles were identified: the “highest DE rate-equal division-high quality (20%)”, the “second highest DE rate-mother does mostly-low quality (21%)”, the “second lowest DE rate-mother does mostly-high quality (41%)”, and the “lowest DE rate-Mother takes full charge-low quality (18%)”. Longer maternal and shorter paternal working hours in DE families were associated with subsequent higher DE rates and coparenting quantity. Additionally, implementing and utilizing parental leave in DE families were subsequently

KCI등재

4잠재프로파일 분석을 통한 아동의 미디어 사용 유형화와 유형별 언어 및 집행기능발달

저자 : 김경민 ( Kyungmin Kim ) , 송지은 ( Jieun Song ) , 최정원 ( Jungwon Choi )

발행기관 : 육아정책연구소 간행물 : 육아정책연구 15권 1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81-101 (2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아동의 미디어 사용 유형별 언어와 집행기능발달에 대해 살펴보았다. 이를 위해 한국아동패널 11차년도 자료 중 초등학교 4학년 아동 1,367명의 응답을 분석하였다. 아동의 미디어 사용 시간(분/1일)과 미디어 목적별 사용 정도(Likert 4점 척도)를 지표로 잠재프로파일 분석을 실시한 결과, 아동의 미디어 사용 유형은 '전반적고사용유형', '오락위주고사용유형', '학업외저사용유형', '전반적저사용유형'으로 나타났다. 성별을 통제한 뒤, 각 유형별 언어와 집행기능발달에서의 차이를 살펴본 결과, 학업외저사용유형은 오락위주고사용유형이나 전반적고사용유형보다 언어능력이 뛰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오락위주고사용유형과 전반적고 사용유형은 학업외저사용유형이나 전반적저사용유형보다 비속어를 많이 사용하였으며 집행기능에서 어려움을 경험하였다. 이를 토대로 향후 아동의 미디어 사용에 대한 시사점을 제시하였다.


This study aimed to identify children's media use profiles and their characteristics related to linguistic ability and executive functions, using data from the eleventh wave of the Panel Study on Korean Children. The sample consisted of 1,367 forth-grade elementary school children. Latent profile analyses exploring media use among children identified four profiles: “overall high use type”, “entertainment-oriented high use type”, “academic-oriented low use type”, and “overall low use type”. After controlling for gender, the one-way analysis of variance revealed differences in linguistic ability and executive functions across the four profiles. The children with the “entertainment-oriented high use” and “overall high use” profiles were found to use more slang than the “academic-oriented low use” or “overall low use” profiles. Those with the “academic-oriented low use” profile showed higher communication abilities than those with the “entertainment-oriented high use” and “overall high use” profiles. Further “entertainment-oriented high use” and “overall high use” profiles experienced more difficulties with executive function than “academic-oriented low use” and “overall low use” profiles. Hense, the implications of this study and future research possibilities are discussed.

1
권호별 보기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