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동양학 update

The Oriental Studies , Dong Yang Hak

  • : 단국대학교 동양학연구원
  • : 인문과학분야  >  동양사
  • : KCI등재
  • :
  • : 연속간행물
  • : 계간
  • : 1229-3199
  • :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1권0호(1971)~87권0호(2022) |수록논문 수 : 1,196
동양학
87권0호(2022년 04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근초고왕(近肖古王) 24년 황색 깃발 사용에 대한 검토

저자 : 나용재 ( Na Yongjae )

발행기관 : 단국대학교 동양학연구원 간행물 : 동양학 87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33 (3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三國史記』 百濟本紀에 의하면 近肖古王은 재위 24년에 大閱을 하면서 깃발을 모두 황색으로 통일시키는 조치를 취하였음이 확인된다. 이에 대하여 선행 연구는 일종의 황제 의식을 나타낸다거나, 혹은 군대 지휘체계의 일원화를 반영한다고 파악하고 있다. 그러나 기존의 견해를 해당 사례에 대입해 보면, 적합하지 않거나 반대되는 요소들이 적잖이 확인되어 재고의 여지가 있다.
이와 관련하여 '改正朔 易服色' 관념이 주목된다. 이 관념은 특정 정치체의 정통성 및 정체성을 확립함과 관련된 성격을 갖고 있다. 그리고 현실에 실현하기 위한 방식으로 특정한 색상을 선택하여 각종 기물에 일률적으로 대응시키는 조치를 취하였는데, 깃발 역시 포함되었다. 이러한 특징은 백제의 사례 역시 여기에 영향을 받아 이루어졌을 가능성을 시사한다.
당시의 백제는 낙랑·대방군을 통한 중국 여러 왕조와의 교류 및 이를 통해 유입된 인적자원을 통해 이 관념을 이해하고 실현함에 필요한 사상체계를 숙지하였던 상태라 판단된다. 또한 4세기 중반은 장기간 진행되어온 체제 개편의 작업이 일정한 성과를 보임과 동시에, 그 과정에서 형성된 독자적 정체성 역시 국제적으로도 인정 받기 시작한 때였다. 그리고 근초고왕 24년은 정통성의 발원처를 공유함과 동시에, 한반도 지역에 대한 패권을 둘러싸고 갈등을 벌였던 고구려와의 전쟁에서 승리한 시점이었다. 백제는 이러한 성과를 상징적으로 장식하기 위해 '改正朔 易服色' 관념을 수용하여 깃발의 색상을 황색으로 통일하는 조치를 취한 것이라 생각된다.
한편 魏晉·南朝 및 五胡十六國·北朝 사이에서는 '改正朔 易服色' 관념을 실현하는 방식에 차이가 확인되는데, 백제는 후자와 더 유사한 측면이 있다. 당시 백제는 낙랑·대방군 출신 유민이나 前燕의 東夷校尉를 통해 五胡十六國의 정보에 대해 파악하고 있었을 것으로 판단된다. 이에 해당 관념의 인지 시점과는 별개로, 그것을 실제로 실현시킴에 있어서는 五胡十六國이 취한 방식이 보다 직접적인 참고 사례로 작용하였을 가능성을 고려해 볼 수 있다.


According to 'Baekjebongi' of History of the Three Kingdoms (Samguksagi), King Geunchogo took action for unifying all flags into yellow, inspecting the troops in Year 24 of his reign. The preceding studies understand that this represents an emperor ritual or reflects the unification of the military command system, concerning its significance. However, to scrutinize various materials, it is not appropriate to put the conventional view into the case or quite a few opposing elements are found. Thus, there is room for reconsideration.
Attention is drawn to the concept of the 'reform of the calendar and color,' which has long been in fashion in the East Asian region since established in the Han Dynasty. This is characteristically used for the establishment of the identity of a particular political body. Moreover, to realize this in reality, a method to choose a specific color and respond uniformly to various articles, and the flag is also included here.
This characteristic suggests that the case in Baekje also was affected by the concept. It is judged that Baekje was already well aware of the system of thoughts to understand and realize the concept from long ago through exchanges with China, focused on Nakrang and Daebang States and human resources flowed in through this. Also, it was time when there was a certain reorganization of the national system by Baekje, long conducted in the mid-4th century and when the independent identity formed in the process was recognized internationally. Moreover, Year 24 of King Geunchogo's reign was the time when a good cause for carrying out a symbolic declaration with the meaning embracing the above performance was prepared for according to winning the first war with Goguryeo, conflicted in seizing hegemony over the Korean peninsula, sharing the source of legitimacy. Baekje unified the color of the flag, accepting the concept to symbolically decorate this. In addition, the yellow color was chosen because the Goguryeo's crack troops defeated at the time used a red flag.
Meanwhile, in the period centered on the mid-4th century, between the Wei-Jin and Northern & Southern Dynasties and 5hu (Five Barbaric Tribes) 16 guo Dynasty/Northern Dynasty of China, there was a difference in realizing the concept. Baekje had aspects more similar to the latter. Furthermore, it is judged that Baekje might understand information about 5 Hu 16 Guo Dynasty through migrants from Nakrang and Daebang States or Former Yan's Northern Qi Dynasty. Thus, separately from the problem when the notion was recognized, it is noted that as for King Geunchogo's action in Year 24 of his reign, the action, taken by 5 Hu 16 Guo Dynasty might act as a more direct reference case.

KCI등재

2태평양회의와 홍진

저자 : 김용달 ( Kim Yongdal )

발행기관 : 단국대학교 동양학연구원 간행물 : 동양학 87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35-53 (1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연구는 태평양회의(워싱턴회의)를 전후한 시기 홍진의 활동과 태평양회의에 대한 그의 역할을 고찰한 것이다. 홍진은 대한제국 말기부터 1910년대에 걸쳐 충주지역에서 검사, 평양을 비롯한 서북지역에서 변호사로 활동하며 인맥과 지연을 쌓았다. 3.1운동 시기에는 넓은 인맥과 지연을 활용하여 국민대회를 조직하여 한성정부 수립 운동을 실행하였다. 한성정부 각료와 13도 대표자, 그리고 평정관 등 주요 인물을 선정하는데, 그동안 쌓았던 인맥과 지연을 활용한 것이다.
상해 망명 이후 홍진은 빠르게 민족지도자로 부상하여 임시의정원 의원과 의장, 그리고 태평양회의외교후원회 간사장이 되었다. 물론 이런 성장에는 그동안 쌓아왔던 인적 자산과 품성이 밑받침되었고, 초기 임시정부를 주도하던 안창호의 조력도 작용했다. 태평양회의 시기 홍진은 외교후원회와 임시의정원을 통해 여러 지원 활동을 수행하였다. 원내에서는 정부를 도와 한국대표단을 선출하고 임시예산을 통과시키고, 25인의 의원 명의로 '독립청원서'를 태평양회의에 보냈다. 원외에서는 외교후원회의 간사장을 맡아 연설회를 개최하여 독립의지를 고취하며 후원 자금을 모집하였다. 나아가 '선언서'를 발표하고 「선전」이라는 기관지를 발행하며 외곽에서 태평양회의 한국대표단을 지원한 것이다. 하지만 미국을 비롯한 국제 열강은 한국의 독립 승인은커녕 한국대표단의 참가도 거부하였고, 결국 태평양회의는 1922년 2월 6일 속절없이 끝나버렸다.
이후의 정세는 태평양회의에 집중했던 임시정부는 물론 민족주의세력의 약화를 초래하였다. 임시정부의 역할과 위상은 약화되어 태평양회의 시기 침잠했던 국민대표회의 소집 문제가 재차 부상하였다. 태평양회의에 대항하여 같은 시기 모스크바에서 진행된 원동민족혁명단체대표회의(극동인민대표회의)에서 레닌정부는 임시정부를 승인하고, 코민테른의 민족통일전선에 입각해 한국의 독립운동을 지지하여 사회주의세력의 날개를 달아주었다. 상해는 물론 국내로 사회주의의 전파가 확대되고 세력은 확장되었던 것이다. 민족주의세력은 분열되어 약화하였다. 태평양회의에서 격상된 일본의 위상을 목격하면서 절대독립을 포기하고 자치를 지향하는 타협적 민족주의(민족개량주의)세력이 등장한 것이다. 이에 따라 민족주의세력은 '절대독립론'을 고수하는 비타협파와 자치론을 주장하는 타협파로 나뉘고, 결국 타협파는 독립운동전선에서 이탈하면서 민족주의세력을 약화시켜 갔다.
임시정부 또한 태평양회의에 대한 외교 실패의 책임을 벗어날 수 없었다. 태평양회의가 끝난 뒤 1922년 2월 말부터 3월 중순에 이르기까지 내무총장 이동녕을 필두로 국무총리 대리 겸 외무총장 신규식과 재무총장 이시영 등 국무위원이 총사직한 것이다. 원내외에 왕성하게 태평양회의에 대한 지원 활동을 폈던 홍진도 책임을 통감하고 4월 3일 의정원 의장을 사임하였다. 임시대통령이자 한국대표단의 대표장 이승만도 실패의 책임을 피해갈 수 없었다. 1921년 초부터 불거진 사퇴 압력을 태평양회의로 일시 피해 갔지만, 성과 없이 회의가 끝나자 사퇴 압력이 가중되었기 때문이다.


This study examines Hong Jin's activities before and after the Pacific Conference(Washington Conference) and his role in the Pacific Conference. From the end of the Korean Empire to the 1910s, Hong Jin worked as a prosecutor in Chungju and as a lawyer in the northwest, including Pyongyang, and built connections and delays. During the 3.1 Movement period, he organized a national competition using his wide network and delay to carry out the movement to establish the Hanseong government. He selected key figures such as ministers of the Hanseong government, representatives of the 13th province, and equator, using the personal connections and delays he had accumulated over the years.
After exile in Shanghai, Hong Jin quickly rose to prominence as a national leader, becoming a member of the Provisional National Assembly and chairman, and secretary-general of the Pacific Conference Diplomatic Support Association, this growth was supported by the accumulated human assets and character, and the help of Ahn Chang-ho, who led the Provisional Government of the Republic of Korea in the early days, also acted. During the Pacific Conference, Jin Hong performed various support activities through the Diplomatic Support Association and the Provisional National Assembly. Inside the Provisional National Assembly, the provisional government helped the government select the Korean delegation, passed the provisional budget, and sent the “Petition for Independence” to the Pacific Conference in the name of 25 lawmakers. Outside of the Provisional National Assembly, he served as the secretary of the Diplomatic Support Association and held speeches to inspire the will of independence and raise funds for support. He further supported the Korean delegation to the Pacific Conference by issuing the 'Declaration' and publishing the newspaper 'Shenzhen'. However, international powers including the United States refused to recognize Korea's independence and even refused to participate in the Korean delegation.
The subsequent situation resulted in the weakening of the nationalist forces as well as the Provisional Government, which focused on the Pacific Conference. The role and status of the Provisional Government weakened, and the issue of convening the Provisional National Assembly, which had been quiet during the Pacific Conference, resurfaced. At the Conference of Representatives of Far East National Revolutionaries(Far East People's Congress) held in Moscow at the same time against the Pacific Conference, the Lenin government approved the Provisional Government and supported the Korean independence movement on the basis of the National Unification Front of the Comintern to promote the socialist forces. Gave me wings The spread of socialism not only in Shanghai but also in Korea expanded and its power expanded. The nationalist forces were divided and weakened. Witnessing the elevated status of Japan at the Pacific Conference, a compromising nationalist(national reformist) force has emerged that has given up absolute independence and pursued autonomy. As a result, the nationalist forces were divided into the non-compromising group, which adheres to the 'absolute independence' theory, and the compromise group, which insists on autonomy.
The Provisional Government also could not escape responsibility for the diplomatic failure of the Pacific Conference. After the Pacific Conference, from the end of February to mid-March 1922, Prime Minister Lee Dong-nyeong, acting prime minister and foreign secretary Shin Shin-sik, and finance minister Lee Si-young resigned. Hong Jin, who had actively supported the Pacific Conference both inside and outside the Provisional National Assembly, realized his responsibility and resigned as the chairman of the Provisional National Assembly on April 3rd. Syng-man Rhee, the interim president and representative of the Korean delegation, could not escape the responsibility of failure. The pressure to resign from the beginning of 1921 was temporarily avoided by the Pacific Conference, but as the conference ended without results, the pressure to resign was increased.

KCI등재

3태평양회의와 신규식

저자 : 김희곤 ( Kim Heegon )

발행기관 : 단국대학교 동양학연구원 간행물 : 동양학 87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55-72 (1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신규식은 1910년대에 상해에 한국 독립운동의 교두보를 마련한 대표적인 인물이다. 그는 신해혁명에 발을 디딘 뒤로 중국 혁명인사들과 교류하였다. 그의 활동은 상해에 대한민국 임시정부가 세워질 수 있는 토대를 만들었다.
대한민국 임시정부가 세워진 뒤, 그는 몸이 아파 한 발 물러나 있었다. 그러다가 1920년 12월 임시대통령 이승만이 상해를 방문하자, 신규식은 다시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주역으로 적극 나섰다. 1921년 4월 광동에서 호법정부가 세워지고, 5월에 이승만이 상해를 떠나 하와이로 향하게 되면서, 정국 운영을 주도한 인물이 바로 신규식이었다. 여기에서 두 사람 사이에 협력관계가 성립되었다.
이승만이 상해의 혼란 정국을 수습하지 못한 채 떠나면서, 그에게는 두 가지 업무를 수행해낼 인물이 필요했다. 정국 안정은 말할 것도 없고, 마침 세워진 광동정부로부터 외교활동을 펼쳐 승인받거나 협력관계를 맺는 것이 주요 과제였다. 더구나 미국으로 돌아가자마자 듣게 된 태평양회의 개최 소식에 이승만으로서는 신규식의 활약이 더욱 필요했다. 이승만에게는 광동정부로부터 태평양회의에 대한 협조를 이끌어내는 데 신규식이 가장 적합한 인물로 여겨졌기 때문이다.
미국이 태평양회의에 광동정부 대표 파견을 요청하자, 신규식은 이들 대표와 공동대응책을 만들어낸다면 외교활동에 성과를 거둘 수 있다고 계산했다. 그래서 그는 국무총리와 법무·외무총장을 겸직하면서, 한편으로는 이승만에게 필요한 서류와 자료를 만들어 보내고, 다른 한편으로는 스스로 광동정부로 가서 손문을 만나 도움을 청했다.
신규식은 그 자리에서 두 가지를 요구했다. 하나는 대한민국 임시정부를 승인해 달라는 것이고, 다른 하나는 태평양회의에 공동대응하자는 것이다. 손문은 이에 찬성하고,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외교관이 광동에 머물게 허락하면서 체류비도 보조해 주기 시작했다. 또한 손문은 형식적으로는 한계가 있지만, 실질적으로는 대한민국 임시정부를 승인하는 결단을 내렸다. 이것은 신규식의 외교가 거둔 성과였다.
하지만 태평양회의는 끝내 한국문제를 외면하였다. 미국이 태평양회의에 중국 북방정부도 참가시키자, 광동정부 대표는 참가를 거부하고 돌아섰다. 따라서 한국문제는 아예 주제로 선정되지도 못했다. 그 후폭풍은 매섭게 몰아쳤다. 잠시 주춤했던 대한민국 임시정부 주변의 혼선과 갈등은 다시 재연되고 격렬해졌다. 이에 평소병에 시달리던 신규식은 급격하게 쇠약해져 순국하고 말았다.
그가 펼친 광동 호법정부와의 외교활동은 마지막으로 던진 승부수였다. 그는 마지막 숨을 거두는 순간까지도 대한민국 임시정부를 살려야 한다고 부르짖었다. 중국신문이 그의 죽음을 '자결순국'으로 평가한 이유도 거기에 있었다.


Shin Kyusik is a representative figure who prepared a bridgehead for the Korean independence movement in Shanghai in the 1910s. He was fluent in Chinese and interacted with Chinese revolutionaries after stepping into the 1911 Revolution in China. His activities laid the foundation for the establishment of the Korean Provisional Government in Shanghai.
After the establishment of the Korean Provisional Government, he was sick and took a step back. Then in December 1920, when the temporary president Rhee Syngman visited Shanghai, Shin Kyusik actively took the lead of the Korean Provisional Government. In April 1921, when the Guangdong Government of China was established, and Rhee Syngman left Shanghai in May, it was Shin Kyusik who led the political operation at Korean Provisional Government. Here, a cooperative relationship was established between the two.
As Rhee Syngman left without being able to recover from the chaos of injury, he needed a person to perform two tasks. The one was stability of the political situation of the Korean Provisional Government, the other was to conduct diplomatic activities to the Guangdong Government of China to obtain approval or to establish a cooperative relationship. Moreover, Rhee Syngman, who heard the news of the Pacific Conference as soon as he arrived in the U.S., needed Shin Kyusik's performance. This is because Shin Kyusik was considered the most suitable person to draw cooperation with the Guangdong Government of China in the Pacific Conference.
He asked for two things on the spot. One is to approve the Korean Provisional Government, and the other is to jointly respond to the Pacific Conference. Sun Wen(孫文) agreed with this, and began to subsidize the cost of staying as diplomats from the Korean Provisional Government allowed them to stay in Guangdong. In addition, although there are some limitations in form, the Guangdong Government of China actually approved the Korean Provisional Government. This was an achievement of Shin Kyusik's diplomatic activities.
However, the Pacific Conference eventually turned a blind eye to Korean issues. When the U.S. also invited Northern Government of China, the representative of the Guangdong Government of China refused to participate in the Pacific Conference and turned around. Therefore, the Korean problem was not selected as a topic at all. The aftermath was fierce. Confusion and conflict around the Korean Provisional Government, which had slowed down for a while, were reenacted and intensified again. As a result, Shin Kyusik who had usually suffered from illness, rapidly weakened and died.
His diplomatic activities against the Guangdong Government of China were the last winning move. He cried out that the Korean Provisional Government should be saved until the moment he took his last breath. That was the reason why the Chinese newspaper evaluated his death as a “Martyrdom for country.”

KCI등재

4식민지 조선 평양화교의 실태 - 배화폭동 이전을 중심으로 -

저자 : 이은상 ( Lee Eunsang )

발행기관 : 단국대학교 동양학연구원 간행물 : 동양학 87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73-94 (2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글에서는 식민지 조선 북부지역 화교에 관한 일련의 연구 중 하나로 배화폭동 이전 평양화교의 실태를 살펴보았다.
우선, 평양의 지역적 특징과 화교의 규모를 서술하였다. 평안도의 전통적 상업중심지 평양은 진남포 개항 2년 뒤 개방되었다. 경의선 개통은 평양의 도시 발전에 중요한 의미를 갖는다. 평양은 1910년대 후반부터 공업도시로 주목받았는데, 중소공업 분야에서 조선인의 상공도시라는 특징을 갖는다. 이러한 상황은 평양화교의 규모에 반영되었다.
다음으로, 평양화교의 경제력을 분석하였다. 1920년대 평양화교의 구심점은 직물수입상이었다. 다른 지역과 달리 평양은 조선인 중신조합을 통해 화교직물도매상과 조선인 직물소매상 간의 거래가 이루어졌다. 평양 직물업계에서 화교직물상의 위상을 확인할 수 있는 사례이다. 또한 평양의 화교상인은 조선 북부지역 화교상인 네트워크의 거점 역할을 하였다. 신의주에서 화교제조업자가 생산한 양말은 이들을 통해 전국에 유통되었다. 잡화도매상 경흥덕(慶興德)의 경영자는 1920년대 중반 조선인 양말제조공장에 자금을 융통해줄 정도의 유력 상인으로, 별도의 양말제조공장을 운영하면서 경영의 다각화를 꾀했다.
마지막으로, 평양의 화교조직으로 중화상회를 검토하였다. 평양의 화교조직은 평양이 개방되기 이전부터 존재하였다. 이후 상회법(商會法)에 따라 중화상회로 개칭되었고, 신(新)상회법에 따라 위원제(委員制)로 개조되었다. 1919년 중화상회 임원 명단을 살펴보면 직물상, 잡화상이 대부분이고, 화농(華農)이 포함되었다. 1930년 명단에서는 직물상과 잡화상 외에 주물업자와 요리업 경영자의 약진을 확인할 수 있다. 이들이 폭동 이전 화교사회의 주류로 구심적 역할을 하였다.


This paper is one of the series of studies on overseas Chinese in the northern region of Colonial Chosun in the 20th century, which examines the status of overseas Chinese in Pyongyang in the 1920s, before the anti-Chinese riot.
Firstly, I review the regional characteristics of Pyongyang and the size of Chinese. As the traditional commercial center of Pyeongan-do, it opened two years after the opening of Jinnampo port. The opening of the Gyeongui Railway served as an important opportunity for it's development as a city. In addition, It has attracted attention as an industrial city since the late 1910s. In particular, it was characterized by being a Chosun commercial city in the small and medium-sized industry.
Secondly, I analyze the economic power of them in the 1920s. The center of them was textile wholesaler. Unlike other regions, it had a transaction between a Chinese textile wholesaler and a Chosun textile retailer through a Chosun Intermediary Trade Association. This example suggests the economic power of Chinese textile wholesaler in the textile industry of it. They also served as a base for the network of overseas Chinese merchants in the northern region. The operator of Qingxingde (慶興德), who sells miscellaneous goods, was a wealthy merchant enough to lend funds to the Chosun socks factory in the mid-1920s, and operated his own socks factory.
Lastly, I describe the overseas Chinese organization. In 1919, most of the executives of the Chinese Chamber of Commerce included textile merchants and miscellaneous goods merchants, and Chinese farmers. Textile merchants and miscellaneous goods merchants accounted for the mainstream of the 1930 executive list, and the progress of foundry and restaurant managers can be confirmed. Before the riot, they played a central role in the Chinese society.

KCI등재

5다이쇼 시기 백호대 전사자를 둘러싼 기억과 망각

저자 : 이세연 ( Lee Seyun )

발행기관 : 단국대학교 동양학연구원 간행물 : 동양학 87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95-113 (1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다이쇼 시기 백호대 전사자를 둘러싼 일본사회의 집단기억은 기본적으로 러일 전쟁을 전후하여 형성된 집단기억을 계승한 것이었지만, 대중문화의 확산과 새로운 매스 미디어의 출현을 배경으로 일정하게 가다듬어져 갔다. 그 내용을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다이쇼 시기 백호대 전사자는 앞선 시기와 마찬가지로 각종 문헌 자료에서 무사도 및 일본정신의 표상으로 각인되었으며, 전통 복장에 도검으로 무장한 모습으로 묘사되었다. 백호대 전사자의 최후를 둘러싼 메이지 시기의 두 가지 서술 패턴 역시 계승되었다. '사실'을 추구하던 '아이즈 공동체'에 연원을 두는 서술 패턴에서 백호대 전사자의 최후는 비교적 간결하게 묘사되었다. 이러한 서술 패턴은 적어도 다이쇼 초기까지 일정하게 확산되어갔다. 그러나 당시 일본인들은 비극의 카타르시스도 추구한 바, 백호대 전사자의 최후는 처절한 비극으로 세밀하게 묘사되기도 하였으며, 이러한 서술 패턴을 밑그림으로 삼은 본격적인 대중 역사소설도 등장하였다. 두 가지 서술 패턴은 당시 대중 예능으로 각광을 받고 있던 비파노래의 노랫말에서도 확인되는데, 대중들의 머릿속에 각인되어간 것은 후자였다. 즉, 백호대 전사자를 처절한 비극의 주인공으로 묘사하는 노랫말이 대중들의 폭넓은 지지를 얻었으며, 이제 막 개시된 라디오 방송의 전파를 탄 것도 극적인 요소를 충분히 갖춘 노랫말이었다. 이러한 양상에 반비례하여 간결한 기억들은 점차 망각되었다.


The collective memory of Japanese society on the Byakkotai (白虎隊) in the Taisho(大正) period basically inherited the collective memory formed before and after the Russo-Japanese War. The Byakkotai was engraved in various literature materials and entertainment as a symbol of Bushido (武士道) or Yamato-damashii(大和魂). The two narrative patterns of the Meiji period on the death of the Byakkotai were also inherited. In the narrative pattern that has its origins in the 'Aizu(會津) community' that pursued 'facts', the death of the Byakkotai was portrayed relatively plainly. However, the Japanese at that time also pursued catharsis of tragedy, therefore the death of the Byakkotai were described in detail as a miserable tragedy, and a full-scale historical novel based on this narrative pattern appeared. The two narrative patterns are also confirmed in the lyrics of Biwauta(琵琶歌), which was in the limelight as a entertainment at the time. The lyrics depicting the Byakkotai as the protagonist of a tragic tragedy received wide support, and the song that was broadcast on the radio that just started was also the song with enough dramatic elements. In contrast, the relatively plain memories of the Byakkotai were gradually forgotten.

KCI등재

6“양안포” 소의

저자 : 이광명 ( Li Guangming )

발행기관 : 단국대학교 동양학연구원 간행물 : 동양학 87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15-128 (1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하북성, 북경과 천진지역, 내몽고, 요녕성, 한반도 북부 등 지역에서 발견된 많은 청동화폐중에 좌측은 양(阳)자 우측은 안(安)자로 된 쌍자포폐(双字布币)가 있는데 “삼진(三晋)” 포폐와 연국포폐로 나눌수 있다. “삼진” 포폐는 대다수 삼공방족포(三孔方足布)로 되어 있어 기형과 전문(钱文) 서법으로 보면 모두 연국포폐와 많이 다르다. 따라서 본고에서는 이런 연국포폐에만 대해 검토하고자 한다. 지금까지 이런 포폐에 대하여 도대체 “안양(安阳)”포인가 아니면 “양안(阳安)”포인가 라는 논쟁이 존재하고 있다.
본고에서는 지망(地望) 문제에 대한 비교, 전문석독순서에 대한 고증, 국별(国别) 성격문제에 대한 검토 등을 통해 “안양”포 라고 석독한 이왕의 관점에 논거면에서 충분하지 못 하다고 생각된다. 따라서 고고발굴을 통해 얻은 객관적인 실물자료을 기반으로 구체적인 분석과 고증을 거쳐 이런 포폐를 “양안”포 라고 석독하는 것이 비교적 타당하다고 생각된다. 이에 대한 검토는 전국시기 연국의 경제발전 및 이 지역에 대한 연국의 행정구역 설치등 여러 문제를 연구하는데 매우 중요한 단서로 될수 있을 뿐만아니라 나아가 연국이 동북지역으로 확장하고 통치하는 문제를 연구하는데에도 매우 중대한 의미가 있다.


Among the bronze coins of the Warring States Period unearthed in Hebei, Beijing-Tianjin area, Inner Mongolia, Liaoning, and the northern part of the Korean Peninsula, there is a two-character spade-shaped coin with the money text “Yang” on the left and “An” on the right. Whether from the shape of the coin or the calligraphy of the text, there are some differences on the spade-shaped coin between the states of Han, Wei, Zhao and Yan state. This discussion is focus on the spade-shaped coins of Yan state. The controversy is the texts on the coin should be called Yangan or Anyang.
This paper points out that the proof for calling this type of spade-shaped currency “Anyang” is not sufficient,through the comparison of the geographical position, the research on the reading order of the texts, and the discussion on which the coin belongs to. Based on the archaeological excavated data, combined with the analysis and research, it is considered that the coin should be called “Yangan Bi”. This conclusion provided a very important clue for the study of the economic development of the State of Yan during the Warring States Period, as well as the administrative establishment of this area, and it is also of great significance for the study on the expansion and reign of the State of Yan to the Northeast of China.

KCI등재

7「표트르 I세의 시베리아 콜렉션」 수집지에 대한 검토 - 유라시아 스키타이 문화를 중심으로 -

저자 : 김재윤 ( Kim Jaeyoun )

발행기관 : 단국대학교 동양학연구원 간행물 : 동양학 87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29-161 (3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표트르 I세의 시베리아 컬렉션은 18세기 총독 가가린이 시베리아에서 모은 황금 유물을 황제에게 보내면서 형성되기 시작했다. 이를 기점으로 표트르 I세는 러시아 고고학 연구에 있어서 중요한 기점이 된 발굴제도의 기초가 된 포고령을 내리게 되었고, 1857년에 제국고고학위원회를 창설하게 되었다. 그 뒤에도 여러 경로로 수집되었으며, 19세기에 고고학자 스피친이 「표트르 I세의 시베리아 컬렉션」이라고 명명하게 되었다.
그러나 고고학 자료의 특성상 출처가 불분명한 점은 유물의 지역성과 연대 파악하는데 어려움이 있었다. 후대의 발굴자료와 비교하면서 오비강과 이르티시 강, 알타이 서부지대와 카자흐스탄 스텝지역 등 유라시아 각 지역이 추정되었으나 명확하지 않은 부분이 있었다. 그간 중요한 출토지로 추정된 알타이에서는 금이 많이 사용된 유물은 적은 편으로, 카자흐스탄 스텦 지역을 좀 더 비중있게 다루었다.
하지만 새로운 유적의 발굴자료는 기존의 부족한 점을 매울 수 있는데, 시베리아 투바의 기원전 7세기 아르잔-2호에서 황금유물이 많이 출토되면서 비교해 볼 필요가 있다.
아르잔-2호에서 나온 남성의 목걸이, 여성의 귀걸이, 소형 솥장식이 달린 장신구 등은 그간 알려진 표트르 I세의 시베리아 황금 컬렉션의 제품과 유사성이 많다. 컬렉션 가운데 부조기법, 상감기법, 누금기법 등 주요 제작 기술도 아르잔-2호에서 보이는 것이다. 또 동물투쟁문양 중에서 동물의 뿔 끝에 달린 새 머리 장식은 기원전 5세기 알타이 파지리크 문화 미라의 문신에서 보이며, 아르잔-2호에서도 관찰되는 요소이다.
그래서 표트르 I세의 컬렉션 중에 일부는 시베리아 투바와 알타이에서 수집되었을 가능성이 있다. 켈렉션의 가운데 고리형 맹수장식은 기원전 7세기로 알려졌지만, 이를 제외한 유물은 대부분 기원전 5세기 이후로 생각되었다. 하지만 아르잔-2호와 비교 가능한 유물은 형태와 제작기법상 기원전 7세기로도 추정 가능하다.


Peter I's Siberian collection began to form in the 18th century when the governor Gagarin sent the gold artifacts he had collected in Siberia to the emperor. With this as a starting point, Peter I issued a decree that became the basis of the excavation system, which became an important starting point for Russian archaeological research, and in 1857 he founded the Imperial Archaeological Commission. After that, it was collected through various routes, and in the 19th century, the archaeologist Spitzin A.A. named it the “Siberian Collection of Peter I”.
However, due to the nature of the archaeological data, the source is unclear, which makes it difficult to determine the locality and age of the relics. Comparing with later excavated data, it was assumed that the Ob River and Irtysh River, the western Altai region and the Kazakhstan Step region were unclear. In Altai, which is estimated to be an important excavation site, there are few artifacts that use a lot of gold, and the Kazakhstan Step region is treated with more weight.
However, the excavation data of new ruins can fill the gaps in the existing ones, and it is necessary to compare them as many golden artifacts were excavated from Arzhan-2 in the 7th century BC in Tuva, Siberia.
Men's necklaces, women's earrings, and accessories with small cauldrons from Arzhan-2 have many similarities to the products of Peter I's Siberian collection known so far. Among the collections, the major production techniques such as relief technique, inlay technique, and lamination technique are also shown in Arzhan-2. Also, among the animal struggle patterns, the bird headdress attached to the tip of an animal's horn is seen in the 5th century BC Altai Pazirik culture mummy tattoo, and is also an element observed in Arzhan-2.
So, it is possible that some of Peter I's gold collection were collected in Siberia Tuva and Altai. The center of the collection, curled up in a predator's ring, is known to be from the 7th century BC, but most of the artifacts except for this are thought to be from the 5th century BC. However, relics comparable to Arzan-2 can be estimated from the 7th century BC in terms of shape and manufacturing technique.

KCI등재

8전면(全面)에 불상이 봉안된 불감형 불탑의 기원 고찰 - 투루판과 간다라 지역의 불탑을 중심으로 -

저자 : 이해주 ( Lee Haiju )

발행기관 : 단국대학교 동양학연구원 간행물 : 동양학 87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63-183 (2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투루판 高昌故城과 交河故城의 불탑 중에는 황화 유역의 唐代 塼塔에는 전혀 나타나지 않는 특수한 유형의 탑이 존재한다. 방형 불탑의 4면에 다수의 불감을 만들어 많은 불상을 봉안하는 특수한 형태의 土塔이 그것이다. 특히 고창고성의 大佛寺 불탑은 탑의 앞면에 얕은 감실을 만들어 대형불상 1구를 안치하고, 나머지 3면에 크고 작은 감실을 만들어 소형 불상들을 봉안했던 흔적이 남아있어 눈길을 끈다. 이글에서는 이처럼 全面에 불상을 안치한 불탑의 양식적 기원을 고찰하기 위해, Ⅱ장에서 고창고성과 교하고성의 대불사 불탑 및 인근 지역에 건립된 유사한 양식의 불탑을 살펴봤고, Ⅲ장에서는 간다라 지역의 불탑 중 조울리안 사원지 유적과 주변에 분포하는 동일 양식의 불탑들을 검토했다. 이를 통해 불상을 불탑과 결합하는 양식은 간다라에서 기원했음을 파악했고, 이처럼 새로운 양식의 불탑을 만듦으로써 불탑과 불상이 서로 유리된 관계가 아니라 신앙과 상징면에서 동일하다는 관념을 피력하고자 했던 것으로 보았다. 이는 간다라 지방이 불상의 탄생지라는 사실, 즉 불상 조형을 시작한 역사성이 이 지역 불탑에 반영되었을 가능성을 고려한 것이다. Ⅳ장에서는 투루판과 간다라 불탑과의 비교를 통해 불탑의 4면에 불상을 안치한 탑의 특징을 구명했다. 양자가 공유하는 건탑 기법의 배경으로 투루판과 간다라의 자연환경을, 불탑의 4면을 수많은 불상으로 장엄하는 양식의 배경으로 千佛信仰을 지목했다. 이러한 공통점과 더불어 차이점으로는 불탑의 정면에 표현된 대형 감실과 그 안에 봉안되었을 대형불상의 존재를 꼽았다. 간다라 지역의 불탑에서는 고창고성 대불사 불탑처럼 탑의 정면에 대형불상이 봉안된 경우가 파악되지 않고, 그러한 사례는 아잔타 석굴 19굴과 26굴의 불탑에서 확인할 수 있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이러한 양식은 아잔타석굴에서 시작되어 카스의 모르 유적과 쿠차의 키질석굴 벽화를 거치며 전승돼, 고창고성의 대불사 불탑을 위시한 교하고성과 그 일대에 부활한 것으로 판단했다.


Among the stupas in the ancient cities of Gaochang and Jiaohe in Turpan, a special type of stupa that does not appear at all in the brick stupas of the Tang era in the Yellow River Basin exists. It is a special type of earth turret that enshrines many Buddhist statues by creating numerous Buddhist altars on the four sides of the square stupa. In particular, the stupa of Dafosi in the ancient city of Gaochang attracts attention because it contains traces of a tabernacle on the front of the stupa, enshrining one large Buddhist statue, and large and small tabernacles on the other three sides enshrining small Buddhist statues. In order to study the stylistic origins of the stupas enshrined with Buddhist statues on all sides of the stupa, stupas in Dafosi in the ancient cities of Gaochang and Jiaohe and stupas built with similar style in nearby areas were examined in Chapter II, remains of the Jaulian Temple and stupas with similar style that are distributed in the surrounding area among the stupas in the Gandhara region were investigated in Chapter III. Through this, the style of combining the separately produced Buddha statues with the stupa was understood to have originated from Gandara. Creating a new style of stupa like this was seen as an attempt to express the notion that the stupa and the Buddhist statues were the same in terms of faith and symbol, rather than objects that were in a disengaged relationship. In Chapter IV, the characteristics of the stupa in which Buddhist statues were placed on four sides of the stupa were revealed through comparison between the stupas of Turpan and Gandhara. The natural environment of Turpan and Gandhara was designated as the background of the stupa construction technique shared by both sides. For the background of the style in which the four sides of the stupa are impressed with numerous Buddhist statues, faith of one thousand Buddhas was pointed out. In addition to these commonalities, the differences were pointed out to be the large tabernacle expressed in front of the stupa and the existence of a large Buddhist statue that would have been enshrined in it. The reason is due to the fact that a case of enshrining a large Buddhist statue in the front of the pagoda like that of the pagoda of Dafosi in the ancient city of Gaochang has not been identified in the stupas in the Gandhara region, and such examples can be confirmed in the stupas in Cave 19 and Cave 26 of the Ajanta stone caves. Therefore, it was judged that this style began at the Ajanta Stone Cave and passed down through the Mor ruins of Kashi and the Kizil Stone Cave murals of Kucha, and was revived in the district around the ancient city of Jiaohe, beginning with the stupa of Dafosi in the ancient city of Gaochang.

1
권호별 보기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