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한국보건사회연구원> 보건복지포럼

보건복지포럼 update

Health and welfare policy forum

  • : 한국보건사회연구원
  • : 사회과학분야  >  사회복지
  • :
  • :
  • : 연속간행물
  • : 월간
  • : 1226-3648
  • :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1권0호(1996)~294권0호(2021) |수록논문 수 : 2,533
보건복지포럼
294권0호(2021년)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1장애인과 비장애인의 삶의 격차와 장애인정책의 방향

저자 : 박경수

발행기관 : 한국보건사회연구원 간행물 : 보건복지포럼 294권 0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2-4 (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키워드 보기
초록보기

2장애인과 비장애인의 소득 격차와 정책 방향

저자 : 이원진 ( Lee Wonjin )

발행기관 : 한국보건사회연구원 간행물 : 보건복지포럼 294권 0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6-20 (1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키워드 보기
초록보기

비장애인보다 장애인의 소득 수준이 낮고 빈곤율이 높다는 사실은 널리 알려져 있다. 이 글에서는 한국복지패널조사 자료를 활용하여 2011~2018년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소득 격차를 살펴보았다. 장애인-비장애인 가구 노동소득 격차가 시간에 따라 크게 확대되었고, 이에 따라 장애인-비장애인 가처분소득 격차가 시간에 따라 증가하였다. 재산소득과 사적 이전소득은 장애인-비장애인 소득 격차가 확대되는 추이를 변화시키지 못한 반면, 공적 이전소득은 장애인-비장애인 소득 격차가 확대되는 추이를 다소 완화하였다. 또한 공적 이전소득은 횡단적으로 장애인-비장애인 극빈 격차를 크게 축소할 뿐만 아니라, 시계열적으로 장애인-비장애인 극빈 격차가 확대되는 추이를 완화하였다. 이러한 분석 결과는 장애인-비장애인 소득 및 빈곤 격차를 축소하려면 소득보장제도가 강화되어야 함을 보여 준다.


Persons with disabilities earn less income and experience higher rate of poverty. This study examined the income gap between persons with and without disabilities using data from the Korean Welfare Panel Study. The results show that the disposable income gap between persons with and without disabilities has widened from 2011 to 2018, largely due to the increasing gap in labor income. While property income and private transfer income did not affect the increasing trend in income gap, public transfer income somewhat ameliorated the increasing income disparities between the two groups. The results suggest that public income support programs need to be strengthened to reduce the income gap between persons with and without disabilities.

3장애인과 비장애인의 노동 격차와 정책 방향

저자 : 김현경 ( Kim Hyeon-kyeong )

발행기관 : 한국보건사회연구원 간행물 : 보건복지포럼 294권 0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21-33 (1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키워드 보기
초록보기

이 글에서는 한국복지패널 자료를 통해 2011~2018년 기간 동안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노동시장 성과의 격차 수준을 살펴보았다. 분석 결과 장애인의 고용률은 비장애인보다 약 24%포인트 낮고, 이 격차는 미미하게 증가하였다. 임금근로자 장애인의 고용 지위는 향상되었는데, 상용직 비율이 증가했고, 10인 미만 사업체 대신 50~299인 사업체에 종사하는 장애인 비중이 크게 증가했으며, 단순노무직 비중은 줄어든 반면 사무직 비중은 증가했다. 임금 결정 요인인 종사상 지위, 사업체 규모, 직종 분포는 장애인 고용 지위 개선을 말해 주지만, 시간당 임금 격차는 2018년 약 3600원으로 최근 약간 증가하였다. 재정지원 일자리 사업의 장애인 참여 확대와 장애인 의무고용제도의 의무고용률 확대는 직접적인 장애인 취업자 수 증대의 성과를 낳았다. 하지만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노동 격차를 줄이기 위해서는 노동시장에서 장애 차별을 해소하기 위한 적극적인 차별 예방 및 구제 조치가 요구된다.


This article examines gaps in labor market outcomes between persons with and without disabilities during 2011~2018 using data of the Korean Welfare Panel Study. The disability employment gap recently increased. The employment status of persons with disabilities has improved, with the proportion of permanent employment increasing. Those working for small-sized firms or low paying jobs have decreased as a share of persons with disabilities. However, the pay gap tends to have increased. The employment policies such as Direct Job Creation (DJC) programs and Quota Employment System for the Disabled have contributed to the growth of employment for persons with disabilities. However, there is a need for proactive measures to address the problem of disability discrimination.

4장애인과 비장애인의 주거 격차와 정책 방향

저자 : 오욱찬 ( Oh Ukchan )

발행기관 : 한국보건사회연구원 간행물 : 보건복지포럼 294권 0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34-48 (1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키워드 보기
초록보기

이 글에서는 한국복지패널 자료를 통해 2011~2018년 기간 동안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주거 격차 수준이 변화되는 양상을 살펴보았다. 분석 결과 최저주거기준 미달이나 주거비 과부담과 같은 주거 취약 상태의 비중은 2010년대 들어 점진적으로 감소하고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격차도 줄어들고 있다. 이는 현재의 주거정책이 장애 관점에서 비교적 성공을 거두고 있다는 판단을 가능하게 한다. 하지만 여전히 장애인의 약 20%는 최저주거기준 미달 상태, 6%는 주거비 과부담 상태에 있어 정책 대응이 요구된다. 또한 장애인의 최저주거기준 미달 비율은 연령대에 따라 차이가 거의 없지만, 주거비 과부담 비율은 고령 장애인이 약 10%에 달하여 근로연령대 장애인에 비해 상당히 높다. 분석 결과를 바탕으로 고령 장애인의 주거비 경감 및 노후 소득보장 강화, 장애인의 주거환경 개선, 그리고 장애인의 특수성을 고려한 최저주거기준 마련의 필요성을 제시하였다.


This article examines the level of housing gap between persons with and without disabilities for the period 2011~2018 using data of the Korean Welfare Panel Study. As a result of the analysis, housing vulnerabilities, such as failure to meet the minimum housing standard or an excessive housing cost burden, have gradually decreased, with the gap between persons with and without disabilities also narrowing. This makes it possible to judge that the current housing policy is relatively successful in terms of disability. However, about 20% of persons with disabilities are still living below the minimum housing standard, and 6% are burdened with excessive housing costs. Based on the results of the analysis, several policies were proposed to improve housing for persons with disabilities.

5장애인과 비장애인의 보건의료 및 건강수준 격차와 시사점

저자 : 김수진 ( Kim Sujin )

발행기관 : 한국보건사회연구원 간행물 : 보건복지포럼 294권 0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49-61 (1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키워드 보기
초록보기

본 원고에서는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보건의료 및 건강수준 격차를 분석하였다. 보건의료서비스 접근성 측면에서 장애인-비장애인 격차는 일부 감소하였지만 건강검진 수검률, 이동상 제약으로 인한 미충족 의료 경험률에서의 격차가 증가하였고 예방가능한 입원 발생률에서의 격차 또한 증가하였다. 특히 노인에서 격차가 크고 격차가 더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건강수준 격차는 감소하는 양상이었지만 보건의료서비스 영역보다 격차 정도는 훨씬 더 컸다. 분석 결과는 장애인의 의료서비스에 대한 경제적, 물리적 접근성 개선 노력이 지속되어야 하고 장애인의 사회경제적 수준을 개선하기 위한 노력이 함께 진행되어야 함을 시사한다.


This article analyzed disparities in health care and health status between persons with and without disabilities. In terms of accessibility to health care services, the disability-non-disability gap has narrowed to some extent, but the disparity in health check-up rates and unmet health care needs due to mobility restrictions has increased. The disparity in the incidence of preventable hospitalization has also increased. These gaps were wider and grew more rapidly among those 65 or older. The gaphealth status between persons with and without disabilities showed a narrowing trend, but remained much wider thanthe gap in health care.The results suggest that efforts should be made to further improve economic and physical accessibility to medical services for persons with disabilities. Also important are efforts to improve the socio-economic conditions of persons with disabilities.

6보건복지 소식 광장

저자 : 한국보건사회연구원

발행기관 : 한국보건사회연구원 간행물 : 보건복지포럼 294권 0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63-79 (1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키워드 보기
초록보기
1
권호별 보기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 | | |
1연안해역에서 석유오염물질의 세균학적 분해에 관한 연구

(2006)홍길동 외 1명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해당 간행물 관심 구독기관

한국방송통신대학교 연세대학교 진주보건대학교 서울대학교 마산대학교
 290
 254
 184
 181
 158
  • 1 한국방송통신대학교 (290건)
  • 2 연세대학교 (254건)
  • 3 진주보건대학교 (184건)
  • 4 서울대학교 (181건)
  • 5 마산대학교 (158건)
  • 6 선문대학교 (126건)
  • 7 고려대학교 (119건)
  • 8 이화여자대학교 (103건)
  • 9 인하대학교 (101건)
  • 10 경희대학교 (89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