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한국정신분석심리상담학회> 정신분석심리상담(구 정신역동치료)

정신분석심리상담(구 정신역동치료) update

Psychoanaly and Clinical Counseling

  • : 한국정신분석심리상담학회
  • : 사회과학분야  >  심리학
  • :
  • :
  • : 연속간행물
  • : 반년간
  • : 2713-7902
  • :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1권0호(2007)~7권0호(2022) |수록논문 수 : 54
정신분석심리상담(구 정신역동치료)
7권0호(2022년 03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저자 : 조난숙 ( Cho Nhansook ) , 장동진 ( Jang Dongjin )

발행기관 : 한국정신분석심리상담학회 간행물 : 정신분석심리상담(구 정신역동치료) 7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32 (3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애착이론과 자기심리학을 통합하여 코로나19 이후 많은 이들이 겪고 있는 상실을 이해하고, 애도와 관련된 기독교상담의 적용점을 찾는 연구다. 두 이론은 초기 주요 양육자와의 관계 경험이 발달과 성격 형성에 중요하다는 공통점이 있다. 발달과정에서 자신의 과대적 욕구를 반영해주고, 이상적 대상과의 융합을 통해 완벽하고자 하는 욕구를 충족시켜 주는 적절한 자기대상 경험을 통하여 응집적 자기 형성을 중요하게 여기는 자기심리학은 자기대상의 상실 이후 자기대상의 기능을 변형적으로 내재화 하는 과정을 애도로 보았다. 대상과의 물리적 근접성을 추구하고자 하는 애착을 제1 동기로 여기는 애착이론에서는 상실의 고통을 애착추구 행동으로 이해하고, 이별이 영속적이라는 사실을 수용하여 상실한 대상과의 관계가 현실적으로 재정립되는 과정을 애도로 이해하였다. 내담자의 상실을 발달적 관점에서 이해하고, 상실을 호소하는 내담자를 상담함에 있어서 발달적 조율과 애착유형, 자기구조에서의 문제점을 탐색함이 요구된다. 기독교상담자는 변형적 내면화 과정이 일어날 수 있는 지지적이고 안아주는 환경을 제공하며, 안전기지 역할을 해줌으로써 내담자의 언어화되지 않았던 고통을 공감하고 성찰해주어, 내담자의 정신화 능력을 증진시키는 것이 필요하다.


This study aims to search for the clinical implications of mourning with the integrative perspective of self psychology and attachment theory, and to apply its understandings to Christian counseling for helping those who suffer from the loss especially under the COVID-19 situation. Self psychology and attachment theory have common grounds that early relationship with caregivers is so important for infants to develop health personality, and that they are offsprings of psychoanalysis. Self psychology which emphasizes to develop cohesive self through a proper experience of mirroring selfobject and idealized selfobject, considers mourning as a process of transmuting internalization. On the other hand, attachment theory regards attachment which is a tendency of seeking physical proximity to attachment figure, as the most important human motivation. It suggests that pain of the loss is an attachment seeking behavior and mourning is the process of reorganization which accepts reality that the loss of attachment figure is eternal. With these understandings, this study suggests that counselors have to understand client's developmental tuning, attachment types, and problems of self-structure, while counseling with the clients who have the problems of mourning. Moreover it is important for Christian counselors to provide them with supportive and holding milieu for transmuting internalization, be a secure base in order to empathize and reflect on unrealized psychological suffering, and help to develop their mentalizing ability.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논문은 애착 이론의 창시자인 존 볼비가 그의 학문적 동반자였던 메리 에인스워스가 만든 낯선 상황 실험(SSP)의 형성 과정을 통해 안정애착과 불안정 애착의 형성과 특징에 관한 연구이다. 특히 안정적이지 않은 애착의 유형 중 D type(혼란/비통합적) 유형이 경계선 장애와 밀접한 관련이 있음을 강조한다. 애착 이론은 프로이트의 정신분석학에서 비롯되었지만, 보울비는 그의 이론에 추상적인 측면 대신 경험적이고 실험적인 측면을 적용했다. 프로이트의 정신 분석을 주된 학문적 근거로 삼은 자아심리학자인 안나 프로이트와 대상관계이론의 어머니로 알려진 멜라니 클라인은 아동의 정신분석을 놓고 논쟁을 벌였다. 이들(자아심리학자)은 볼비의 애착이론이 정신분석을 행동주의로 바꾼 이론이라며 영국 정신분석학회에서 퇴출 되어야 한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그러나 세월이 흐른 지금 애착 이론은 정신분석의 다양성을 보여주는 이론이 되었고, 특히 임상적 환경에서 어린이와 청소년의 심리를 이해하는 데 매우 유용한 이론으로 알려져 있다. 애착이론은 뇌 연구, 학습이론, 감정 이론 등 학문 분야에 다양한 가능성을 열어준다. 애착이론은 경계선 장애 등 불안한 애착을 형성한 사람들이 이 이론을통해 보다 확실한 애착을 가질 수 있도록 인간의 삶 전반에 기여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인간 이해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보여준다고 할 수 있다.


This article is about the formation and features of both secure attachment and unsecure attachment through the process of the formation of attachment theory started by John Bowlby and the Strange Situation Procedure (SSP) created by Mary Ainsworth, who was Bowlby's academic companion. In particular, it stresses that among the types of unsecure attachment, the disorganized/disoriented type is closely associated with borderline disorder. Although attachment theory originated from Freud's psychoanalysis, Bowlby applied the empirical and experimental aspects of psychoanalysis to his theory instead of its abstract aspects. Anna Freud, the ego psychologist whose main academic basis was Freud's psychoanalysis, and Melanie Klein, who is known as the mother of object relations theory, were polemical debaters on the psychoanalysis of children. They even argued that Bowlby's attachment theory was a theory that transformed psychoanalysis into behaviorism and that he should be expelled from the British Psychoanalytic Society. However, now that the years have passed, the attachment theory has become a theory showing the diversity of psychoanalysis, and is known as a very useful theory to understand the psychology of children and adolescents, especially in clinical settings. Attachment theory opens up various possibilities for academic areas such as brain research, learning theory, and emotion theory. It can be said that attachment theory shows us a new paradigm of human understanding in that it can contribute to the overall human life so that people who have formed insecure attachment, including borderline disorder, have a more secure attachment through this theory.

저자 : 권현지 ( Kwon Hyun Ji )

발행기관 : 한국정신분석심리상담학회 간행물 : 정신분석심리상담(구 정신역동치료) 7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75-106 (3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투사적 동일시는 멜라니 클라인이 편집 분열자리에서 언어기 이전 유아의 무의식적 환상세계에서 이루어지는 방어와 공격의 기제로써 처음 개념화하였다. 즉 충족되지 못한 유아의 소망이 반영된, 병리적이고 폭압적인 형태로 묘사된다. 그리고 이후 비온은 클라인의 개념을 확장하고 명료화하여 정상적이고 발달된 무의식적 의사 소통 방법으로서의 투사적 동일시에 대해 개념화하였다. 투사적 동일시를 담아주는 엄마의 역할인 알파기능을 통해 유아는 자신의 알파기능을 만들어갈 수 있다. 그러므로 비온의 투사적 동일시 개념은 담아주는 어머니와 분석가의 능력이 매우 중요하게 여겨진다. 비온은 특별히 언어적인 소통이 힘든 그의 정신증 환자와의 임상에서 회기 내 이루어지는 투사적 동일시를 통해 환자를 이해하고 치료할 수 있다고 보았다. 그러므로 이 개념은 정신증 환자에 대해 정신분석이 불가하다고 여긴 프로이트의 전통적인 견해에 반(反)하는 것이지만 정신분석의 영역을 크게 넓히는 혁신적인 것이다. 이와 같은 투사적 동일시에 대해 클라인과 비온학파뿐 아니라 여타의 많은 학자들도 연구하였고, 현대 정신분석학과 대상관계이론에서는 이것이 빠질 수 없는 중요한 분석적 도구로서 간주하게 되었다. 현대 정신 분석가들은 오히려 언어적 소통보다 내담자를 이해하는 더욱 중요한 단서로 여기기도 한다. 그 중 한 명이 최근 정신분석학의 주류라 말할 수 있는 상호주관성 이론의 대표학자로서 자리매김한 옥덴이다. 그의 이론은 프로이트의 근본개념으로써 설명한 클라인의 투사적 동일시와 이를 확장시킨 비온의 투사적 동일시 개념이 주요 골격을 이룬다. 이러한 이론적 발전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많은 상담자들은 투사적 동일시가 어렵고 신비스러운 과정으로 여기고 있어 임상에 적용하는 사례가 드물게 보인다. 투사적 동일시에 관한 이해는 정신분석에서 가장 핵심이 되는 전이와 역전이에 대한 이해라고 말할 수 있다. 그러므로 필자는 프로이트로부터 비온에 이르기까지 투사적 동일시와 연관된 용어와 개념들을 정신분석 문헌을 통해 고찰한다. 본 논문의 목적은 상담자들에게 투사적 동일시에 관한 깊은 이해를 제공하여 보다 다양한 임상 상황에서 이를 통한 사례 개념화가 용이하도록 돕고자 하는 것이다.


Projective Identification was first conceptualized by Melanie Klein as a mechanism of offense and defense which is processed in the unconscious illusion of a prelinguistic period infant at the paranoid-schizoid position. It is described into violent and abnormal shape which reflects the unsatisfied desire of an infant. Later, Wilfred Bion expanded and clarified the concept of Klein, therefore conceptualized the projective identification in the capacity of normal and developed unconscious communication methods. Through the α-function of mother, which 'contains' the projective identification, an infant can make his own α-function. Thus, the containing capacity of mother and the analyst are regarded as important elements in Bion's concept of projective identification. Especially, through the clinic between his psychosis patient who has difficulty in linguistic communication, Bion got to think that the projective identification, which is fulfilled through the session, can enable psychoanalytic understanding and treatment on the patient. Therefore, this concept opposes the traditional thought of Freud, who considered the psychoanalysis on psychosis patients is impossible, but it innovatively expanded the field of psychoanalysis. Not only Kleinian and Bion's Psychoanalysis but also many other scholars studied about this kind of projective identification, and in modern psychoanalysis and object relation theory, this concept got to be an important method of analysis. Some of modern psychoanalysts regard this method more important than the linguistic communication when understanding counselee; One of them is Ogden, who was established as a representative scholar of the intersubjectivity theory, which is the mainstream of the recent psychoanalysis. His theory is mainly framed with Klein's projective identification, which was explained as Freud's basic ideas, and Bion's projective identification, which is expanded from Klein's concept. Despite the theoretical development, still many counselors rarely apply the concept of projective identification in their clinically case as they consider it difficult and mysterious. Understanding the projective identification can articulate the comprehension on transference and counter-transference, the most essential elements in the field of psychoanalysis. Thus, the author closely seeks terms and concepts related to the projective identification from Freud to Bion. The purpose of this paper is to facilitate case conceptualization in diverse clinical situations by providing counselors with a deep understanding of projective identification.

저자 : 김은명 ( Kim Eun Myung )

발행기관 : 한국정신분석심리상담학회 간행물 : 정신분석심리상담(구 정신역동치료) 7권 0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07-135 (2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요즘 현대 사회와 현대인들은 다양한 관계 경험을 통해 내재화된 자기 표상과 대상 표상 내적 대상 관계가 자기애적이며 나르시시즘의 심리적 병리가 많은 경우 정상적인 모습인 것으로 일반화되고 있음을 Christopher Rash(나르시시즘 문화, 1989)가 그의 저서를 통해 지적한 것이 생각난다. 이와 같은 비합리적 사고와 더불어 거대한 변화의 흐름에 순응해야 하는 현대인들의 부담은 적잖은 인간관계의 병리적 양상들이 내면화되어 각자의 내면 가운데 역동적 상호작용이 일어나는 문제를 직면해야 하는 시간 속에 우리가 모두 머물고 있다. 본 연구에서는 대상관계를 중심으로 건강염려증에 대한 이론과 심리치료 시 상담에서의 적용을 Winnicott 중심으로 살피고 이해를 돕기 위해 내담자의 사례를 제시하고자 한다. 이를 위하여 상담심리치료 과정에서 내담자의 무의식적 내적 표상 세계를 탐색할 것이며 핵심 역동을 파악한 후 내담자의 주이상스를 내러티브 함으로서 맞닥뜨리게 한다. 이후 연구자는 새로운 대상관계 즉, 치료적 관계를 통하여 심리 구조를 재구조화함으로써 변형으로 나아가게 한다. 이와 함께 마지막으로 중요한 것은 위니컷 이론의 적용과 임상적 실제가 서로 연결되고 훈습을 통하여 새롭게 형성된 내담자의 내적 표상을 견고히 하는 데 있다.


This researcher recollects Christopher Rash pointing out in his book(The Culture of Narcissism, 1989) that the object relations of self-representation and object-representation internalized through various relational experiences are narcissistic and it is becoming more common for modern society and modern people if there are many narcissistic psychological disorders. In addition to this irrational thinking, we all have modern people's burden to adapt to the tide of great change in a time when a lot of pathological aspects of human relations are internalized so that we all have to face the problem of dynamic interaction in each one's mind. This study aims to examine the theory of hypochondria and its application in counseling for psychotherapy in terms of object relations with a focus on Winnicott, and to provide the case of clients to help understanding. To this end, this study will explore the unconscious internal representation of the client in the process of counseling and psychotherapy and then identify core dynamics to narrate the client's jouissance to be face with.
Afterwards, this researcher will restructure psychological structure through new object relations, that is, therapeutic relations so that it can proceed to transformation. Lastly, the important thing here is strengthening the client's new internal representation that is newly formed, as the application of Winnicott's theory and clinical practice are interconnected and trained.

1
권호별 보기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