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한국스포츠심리학회> 한국스포츠심리학회지

한국스포츠심리학회지 update

Korean Journal of Sport Psychology

  • : 한국스포츠심리학회
  • : 예체능분야  >  체육학
  • : KCI등재
  • :
  • : 연속간행물
  • : 계간
  • : 1226-685x
  • : 2733-8592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1권1호(1990)~33권3호(2022) |수록논문 수 : 1,131
한국스포츠심리학회지
33권3호(2022년 08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저자 : 정구인 ( Kooin Jung ) , 최헌혁 ( Hunhyuk Choi )

발행기관 : 한국스포츠심리학회 간행물 : 한국스포츠심리학회지 33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15 (1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목적: 본 연구는 팀 스포츠 운동선수가 지각한 공감, 코치-선수관계, 팀 효능감, 그리고 운동선수 탈진의 관계를 분석하고 아울러 코치-선수관계와 집단 효능감이 공감과 운동선수 탈진의 관계에서 어떠한 매개효과가 있는지를 검증하는 것이다. 방법: 팀 스포츠 운동선수 345명(남자: 222명, 여자: 123명)을 대상으로 공감, 코치-선수관계, 팀 효능감 그리고 운동선수 탈진 질문지를 측정하였다. 수집된 자료는 SPSS 26.0 프로그램을 활용하여 신뢰도 분석, 기술통계 분석, 그리고 상관분석을 실시하였다. 또한 Amos 24.0 프로그램을 활용하여 확인적 요인분석, 집중타당도 분석, 구조모형 분석을 실시하였고, 팬텀변수를 만들어 특정간접효과를 추정하였다. 결과: 첫째, 공감은 코치-선수관계에 정적인 영향을 미쳤다(β=.809). 둘째, 코치-선수관계는 팀 효능감에 정적인 영향을 미쳤다(β=.207). 셋째, 공감은 팀 효능감에 정적인 영향을 미쳤다(β=.337). 넷째, 코치-선수관계는 운동선수 탈진에 부적인 영향을 미쳤다(β=-.226). 다섯째, 공감은 운동선수 탈진에 부적인 영향을 미쳤다(β=-.141). 여섯째, 팀 효능감은 운동선수 탈진에 부적인 영향을 미쳤다(β=-.305). 마지막으로 팀 효능감은 공감과 운동선수 탈진의 관계에서 부분매개효과가 나타났다. 결론: 개인의 성장과 팀의 성공이란 측면에서 의미 있는 정보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하며, 나아가 선수의 태도와 신념이 강해지고 효율적인 팀으로 변화되기 위한 본질적인 정보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


Purpose: The aim of this study was to examine how team sport athletes in sports perceived relations between empathy, coach-athlete relationship, team efficacy and athlete burnout. This study also investigate the mediating effects of coach-athlete relationship and team efficacy on th relations between empathy and athlete burnout. Methods: For this study, 345(male: 222 and female: 123) team sport athletes competed surveys to measure their perception of empathy, coach-athlete relationship, team efficacy and athlete burnout. SPSS 26.0 was used to calculate descriptive statistics, reliability, and correlations. Amos 24.0 was utilized for confirmatory factor analysis, convergent validity, and structural equation modeling. Additionally, specific indirect effect was estimated by creating a phantom variable, and 2000 bootstrap samples were requested for the mediation effect analysis. Results: First, empathy was positively predictive of coach-athlete relationship. Second, coach-athlete relationship positively influenced team efficacy. Third, empathy was positively predictive of team efficacy. Forth, coach-athlete relationship was negatively affected athlete burnout. Fifty, empathy was negatively affected athlete burnout. Sixth, team efficacy was negatively affected athlete burnout. Lastly, there were partial mediating effects of team efficacy on the relationship between empathy and athlete burnout. Conclusion: The study found that provide meaningful information in terms of team sport athletes' growth and team success. Furthermore, it will provide fundamental information to strengthen the attitudes and beliefs of athletes and transform them into an effective team.

KCI등재

저자 : 우영임 ( Yeong-im Woo ) , 김병준 ( Byoung-jun Kim )

발행기관 : 한국스포츠심리학회 간행물 : 한국스포츠심리학회지 33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7-32 (1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목적: 본 연구는 태블릿 기반 스포츠심리측정(심리기술, 경쟁불안, 수행 프로파일)의 타당도와 신뢰도를 검증하는 데 그 목적이 있다. 방법: 서울·인천 및 전남지역의 중·고·대학교 7개 종목(핸드볼, 양궁, 야구, 배구, 농구, 축구, 사격)의 운동선수 113명이 지필식과 태블릿을 활용한 스포츠심리측정도구에 응답하였으며, 태블릿 기기만을 활용한 재검사에는 78명이 참여하였다. 태블릿 기반 스포츠심리측정의 타당도 검증을 위하여 지필식 검사자료를 수집하였으며, 신뢰도 검증을 위하여 태블릿 기기를 활용한 1주 간격 검사-재검사를 실시하였다. 결과: TOPS-2와 SCAT, IZOF 수행프로파일에 대한 지필식 검사와 태블릿 기반 검사의 상관관계는 대부분의 요인에 대하여 높은 정적상관이 나타나 타당도가 확보되었다. 둘째, 태블릿 기반 검사의 TOPS-2와 SCAT, IZOF 수행프로파일 요구점수에서는 검사-재검사 결과 평균차이가 나타나지 않아 시간적 안정성 측면에서 신뢰도가 입증되었으며, 상관관계도 높게 나타나 신뢰도의 증거로 해석되었다. IZOF 수행프로파일의 현재점수는 평균차이가 나타났지만 요인별 상관관계가 높게 나타나 시간적 안정성을 확보하였다고 판단하였다. 결론: 태블릿 기반 검사는 지필식 검사와 다른 문항표출 방식을 지니고 있지만, 다양한 종류의 스포츠심리검사에 대하여 태블릿을 활용한 검사결과의 타당도와 신뢰도가 확보되었다. 따라서 자료의 전산화나 준비과정의 간소화의 장점을 지닌 태블릿 기반 스포츠검사는 스포츠심리상담 현장에서 다방면으로 활용 가능함이 검증되었다.


Purpose: The purpose of the current study was to provide evidence for validity and reliability of tablet-based Korean versions of sport psychological measurement (psychological skills, competition anxiety, performance profiling technique). Methods: A total of 113 athletes of 7 sports (handball, archery, baseball, volleyball, basketball, soccer, and shooting) responded to the sport psychological measurement using paper and tablet, and 78 athletes participated in the retest session using only tablet devices. Paper-based test data were collected to verify the validity of tablet-based sport psychological measurement, and a 1-week interval test-retest using tablet device was conducted to verify reliability. Results: The correlation between the paper- and tablet-based test for TOPS-2, SCAT, and IZOF performance profiling technique showed high positive correlation for most factors, securing validity. Second, the TOPS-2, SCAT, and IZOF performance profile scores of tablet-based tests showed no average differences in the test-retest results, proving reliability in terms of time stability and showing high correlation, which was interpreted as evidence of reliability. In the case of the IZOF performance profiling, there was an average difference, but the correlation for each factor was high, so it was judged that temporal stability was secured. Conclusion: Although the tablet-based test had a different measurement format, the validity and reliability were demonstrated for the selected sport psychological tests. The results supported practical applicability of the tablet-based measurement in research and consulting situations in sport psychology.

KCI등재

저자 : 황재욱 ( Jae-wook Hwang ) , 권승민 ( Seung-min Kwon )

발행기관 : 한국스포츠심리학회 간행물 : 한국스포츠심리학회지 33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33-49 (1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목적: 본 연구의 목적은 경쟁불안에 대한 개념적 구조를 파악한 후 관련 내용을 토대로 타당성과 신뢰성이 있는 축구선수용 경쟁불안 측정 도구를 개발하는 것이다. 방법: 본 연구에서는 질적 분석 단계 106명, 본 조사 단계 291명, 외적 타당도 확보 단계 176명, 총 축구선수 573명이 참여하였다. 질적 자료는 개방형 질문과 면담을 통해 자료를 수집했으며, 양적 자료는 자기평가 기입법으로 자료를 수집하고 SPSS 18.0 Version과 AMOS 20.0 Version을 통해 분석되었다. 결과: 첫째, 경쟁불안은 인지 불안, 수행 불안, 환경 불안, 신체 불안으로 4개의 일반 영역으로 범주화되었다. 둘째, 문항 분석, 신뢰도 분석, 탐색적 요인분석을 통해 17문항을 제거한 후 축구선수들의 경쟁불안 4요인 24문항을 추출하였고, 확인적 요인분석을 통해 측정 도구의 적합도를 확인하였다. 셋째, 개발된 축구선수 경쟁불안 측정 도구는 수렴 타당도, 구인 동등성 검증, 잠재평균 분석을 통해 외적 타당성을 확보하였다. 결론: 축구선수들의 경쟁불안 측정 도구는 선수의 불안을 측정하는 것에 국한하지 않고 선수들의 경기력 향상을 도모할 수 있는 실질적인 정보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Purpose: The purpose of the present study is to development and validation of the competitive anxiety questionnaire of soccer players. Methods: For this study, 106 people in the qualitative analysis stage, 291 people in the main investigation stage, 176 people in the stage of securing external validity, and a total of 573 soccer players participated in the study. Qualitative research the data were collected by an open-ended questionnaire and in-depth interview specially designed and quantitative research which is obtained through self-determination the data were analyzed through SPSS 18 and AMOS 20. The results of this study were as follows. Results: Firstly, competition anxiety revealed that the four general dimensions were identified such as cognitive anxiety, performance anxiety, environmental anxiety, and physical anxiety. Secondly, after eliminating 17 items through question analysis, reliability analysis, and exploratory factor analysis, the four factors 24 items of soccer players competitive anxiety were extracted, and through confirmatory factor analysis the conformity index for competitive anxiety tool was checked. Thirdly, The developed soccer player competitive anxiety questionnaire secured external validity through convergence validity, construct equivalence verification and latent mean analysis. Conclusion: It is expected that the soccer players' competitive anxiety questionnaire is not limited to measuring player's anxiety, but can provide practical information to promote players' performance improvement.

KCI등재

저자 : 주우영 ( Wooyoung Joo ) , 이보경 ( Bogyeong Lee )

발행기관 : 한국스포츠심리학회 간행물 : 한국스포츠심리학회지 33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51-65 (1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목적: 이 연구의 목적은 대학스포츠 동아리 참가자의 성취목표 성향(과제vs자아)과 친사회적 및 반사회적 행동 간의 관계에서 또래동기분위기(과제중심vs자아중심)의 매개효과를 검증하는 것이다. 방법: 이 연구는 횡단적 접근방식을 활용하여 서울 내 대학스포츠 동아리에 소속된 대학생 298명(농구 64명, 축구 171명, 기타 63명)을 대상으로 설문을 진행하였으며, 수집된 자료는 SPSS 및 AMOS 통계 프로그램을 통해 분석하였다. 결과: 첫째, 과제성향과 친사회적 행동 간의 관계에서 과제중심 동기분위기는 긍정적인 매개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과제성향과 반사회적 행동 간의 관계에서 과제중심 동기분위기와 자아중심 동기분위기는 부정적인 매개효과를 나타냈다. 셋째, 자아성향과 친사회적 행동 간의 관계에서 과제중심 동기분위기는 부정적인 매개효과를 나타냈다. 넷째, 자아성향과 반사회적 행동 간의 관계에서 과제중심 동기분위기와 자아중심 동기분위기는 긍정적인 매개효과를 나타냈다. 결론: 본 연구의 결과를 통해 대학스포츠 동아리 참가자의 올바른 도덕적 행동을 위한 성취목표 성향과 또래동기분위기의 영향력을 검증함에 따라, 대학스포츠 동아리 현장에서의 또래집단의 영향력과 도덕적 행동 연구의 확장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Purpose: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examine the mediating effect of peer motivational climate in the relationship between achievement goal orientation and prosocial and antisocial behavior in collegiate sports clubs. Methods: The design for this study was cross-sectional, 298 college students(64 basketball, 171 soccer, and 63 others) participated in this study, and the collected data were analyzed through the SPSS and AMOS statistical programs. Results: Mediation analyses showed that peer task-involving motivational climate positively mediated the relationship between task-orientation and prosocial behavior. Second, both peer task-involving and ego-involving motivational climate both negatively mediated the relationship between task-orientation and antisocial behavior. Third, peer task-involving motivational climate negatively mediated the relationship between ego-orientation and prosocial behavior. Fourth, both peer task-involving and ego-involving motivational climate both positively mediated the relationship between ego-orientation and antisocial behavior. Conclusion: These results are expected to contribute to expanding peer motivational climate and moral behavior research to the field of lifestyle sports such as collegiate sports club by confirming the influence of achievement goal orientation and peer motivational climate for promoting prosocial behaviors and reducing antisocial behaviors in collegiate sports club.

KCI등재

저자 : 유경은 ( Kyoung Eun Yoo ) , 천승현 ( Sung Hyeon Cheon ) , 안현선 ( Hyun Seon Ahn ) , 주우영 ( Woo Young Joo ) , 임창하 ( Chang Ha Im ) , 이보경 ( Bo Kyung Lee ) , 송용관 ( Yong-gwan Song )

발행기관 : 한국스포츠심리학회 간행물 : 한국스포츠심리학회지 33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67-81 (1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목적: 이 연구는 체육 수업 상황에서 학생들이 지닌 경쟁 성향과 불링 행동의 관계를 규명하였다. 방법: 서울과 경기도 소재 중·고등학교 4곳에 재학 중인 학생 227명을 대상으로 중고등학생들이 인식하고 있는 경쟁 성향(협력적 경쟁 성향과 대립적 경쟁 성향)과 불링 행동(가해 경험과 피해 경험)을 조사하였다. 수집된 자료는 기술통계, 신뢰도, 타당도, 상관분석과 회귀분석을 실시하였다. 부가적으로 성별과 학교급에 따른 차이 검증을 진행하였다. 결과: 분석결과, 성별에서의 경쟁 성향 차이는 확인되지 않았지만, 불링의 가해 경험은 여학생보다 남학생이 높은 것으로 밝혀졌다. 학교급에서는 중학생보다 고등학생이 대립적 경쟁 성향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불링의 가해 경험과 피해 경험도 중학생보다 고등학생에게서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협력적인 경쟁 성향은 아니지만, 대립적인 경쟁 성향은 불링의 가해 경험과 피해 경험을 모두 예측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결론: 이러한 결과는 학생들이 협력적 경쟁 성향이 아닌 대립적 경쟁 성향을 지닐수록 불링 행동이 유발될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또한, 중학생보다 고등학생에게서 불링 경험(가해 경험과 피해 경험)이 높다는 것을 보여준다. 경쟁 성향이 불링 행동과 밀접하게 관련되어 있기 때문에 불링 행동을 예방 및 감소시키기 위해서 대립적 경쟁 성향이 아닌 협력적 경쟁 성향을 추구할 수 있도록 교육 및 지도해야 한다는 것을 시사한다. 이 연구가 체육 수업과 학교 현장에서 학생들의 경쟁 성향과 불링 행동을 이해하고 예방할 수 있는 중요한 기초자료가 될 것이다.


Purpose: The purpose of present study was to examine the relations between bullying behaviors (i.e. bully and victim experience) and contesting orientations (i.e. the partnership and war orientations) of adolescent students in the physical education (PE). Methods: A sample of 227 middle and high school students responded to the surveys regarding the contesting orientation an bullying behaviors in the PE. Based on the collected data, we tested the validity, reliability, correlation, and regression. Results: The results showed that partnership orientation negatively predicted the victim experience of the bullying, whereas, the war orientation positively predicted the bully and victim experience of the bullying. In addition, high school students scored significantly higher on levels of perceived bully and victim experience than did middle school students. Moreover, high school students scored higher on the war orientation than did middle school students. Conclusion: Overall, results of the present study suggest that the contesting orientation of adolescent students is closely related to bullying behaviors in PE. The findings also suggests that partnership and war orientations are important variables to prevent/reduce the bully-victim experiences in PE.

KCI등재

저자 : 이호성 ( Hosung Lee ) , 이한우 ( Hanwoo Lee ) , 신정택 ( Jungtaek Shin )

발행기관 : 한국스포츠심리학회 간행물 : 한국스포츠심리학회지 33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83-104 (2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목적: 본 연구의 목적은 대학 선수들의 스포츠 도움추구태도에 대한 개념 정의 및 구성요인 탐색을 통해 스포츠 도움추구태도 검사지를 개발하고 그 타당성을 검증하는 것이다. 방법: 본 연구는 연구Ⅰ,Ⅱ,Ⅲ으로 나누어 진행하였다. 연구Ⅰ은 2021년 6월부터 7월까지 대학 선수 106명을 대상으로 개방형 질문지를 통해 자료를 수집하여 주제를 분류하고 이를 연구주제에 적합하도록 범주화시켰다. 연구Ⅱ는 2021년 8월부터 10월까지 스포츠 도움추구태도 검사지의 내적 타당도 검증을 위해 대학 선수 275명을 대상으로 예비문항 기술통계 분석, 신뢰도 분석, 탐색적 요인분석을 실시하였다. 연구Ⅲ은 2021년 11월부터 12월까지 개발된 검사지의 요인구조를 추가적으로 검증하고 외적 타당도 검증을 위해 대학 선수 151명을 대상으로 확인적 요인분석, 수렴타당도, 변별타당도, 예측타당도 검증을 실시하였다. 결과: 연구Ⅰ에서 대학 선수의 스포츠 도움추구태도는 전문가 신뢰, 낙인 내인성, 도움 필요성, 대인관계 개방성으로 4개의 요인이 탐색되었다. 연구Ⅱ에서는 예비문항 기술통계 분석, 신뢰도 분석, 탐색적 및 확인적 요인분석을 통해 총 4요인 16문항의 스포츠 도움추구태도 검사지가 개발되었다. 연구Ⅲ에서는 개발된 스포츠 도움추구태도 검사지의 외적 타당도 분석을 실시한 결과 수렴타당도에서 타당도가 확보되었으며 변별타당도, 예측타당도는 타당도가 확보되지 않았다. 결론: 본 연구를 통해서 대학 선수들이 도움을 필요로 하지만 낙인으로 인해 자유롭게 도움을 요청하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대학 선수의 스포츠 도움추구태도 관련 프로그램과 스포츠 도움추구태도 검사지를 활용한다면 향후 대학 선수들의 스포츠 도움추구태도 수준을 향상시키고 선수들의 특성을 이해하는데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Purpose: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develop a inventory and verify its validity by exploring the concept definition and constituent factors of a sports help seeking attitude. Methods: In order to collect the data of this study, 106 university athletes were collected through open questionnaires, classified topics, and categorized them to suit the research subject. In addition, to verify the internal validity of the sports help seeking attitude inventory, preliminary questions, descriptive statistics analysis, reliability analysis, and exploratory factor analysis were performed on 275 university athletes. In order to additionally verify the factor structure of the developed inventory and verify external validity confirmatory factor analysis, convergence validity, discrimination validity, and prediction validity were also performed on 151 university athletes from other places. Results: Firstly, four factors were found out from university athletes' attitude for sports assistance which are trust on expert, stigma tolerance, assistance need, and openness to interpersonal relationships. Also, university athletes were found to experience the need for mental control with experts, the pessimistic views toward them as well as the need for help from sports psychological counselors, and the help experience of parents and leaders the most. Secondly, sports assistance attitude inventory were developed by preliminary question technical statistics analysis, reliability analysis, exploratory and confirmatory factor analysis, 4 factors and 16 questions of sports assistance attitude inventory were developed in total. Thirdly, as a result of analyzing the external validity of the developed sports assistance attitude inventory, validity was found in convergent validity, and the predictive validity of discrimination was not found. Conclusion: Through this study it was found that university athletes have been in need of help. However, they haven't been able to freely ask for help due to being stigmatized It is expected that using programs related to university athletes' attitude for sports assistance and sports assistance inventory will improve university athletes' attitude toward sports and contribute to comprehend their features in the future.

KCI등재

저자 : 김영숙 ( Youngsook Kim ) , 김용세 ( Yongse Kim )

발행기관 : 한국스포츠심리학회 간행물 : 한국스포츠심리학회지 33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05-118 (1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목적: 본 연구에서는 양궁선수들의 경기력 향상과 심리기술훈련 지원을 위한 가상현실 훈련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적용하는데 목적이 있다. 방법: 실험은 4주간 주 2회 총 8회기 동안 기능적 근적외선 분광장치, 가상현실 기기와 안구움직임 추적 장비와 시뮬레이션 영상을 활용하여 분석하였다. 실험 전반에 걸쳐 배외측전전두피질(DLPFC)에서 나타나는 집단 및 사전, 사후검사의 차이를 알아보기 위하여 반복측정 분산분석 및 사후분석을 실시하였다. 가상현실 훈련에서 구간별 시선행동패턴 측정에 대한 데이터는 집단에 따른 사전 사후 비교를 위해 구간별 독립 표본 검정을 실시하였다. 결과: 배외측전전두피질의 혈류역학변화를 검증한 결과 실험집단의 우측 DLPFC의 산소 포화도는 사후검사에서 사전검사의 수준을 유지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나 통제집단은 사후검사에서 감소하였다. 좌측 DLPFC의 산소포화도는 두 집단 모두 사전검사보다 사후검사에서 감소하였다. 가상현실(VR) 시뮬레이션 훈련의 효과를 확인하기 위해 시선고정시간을 분석한 결과 실험집단과 통제집단의 사전, 사후 측정에서 차이가 나타났다. 결론: 이러한 연구 결과 추후 반복적인 VR 시뮬레이션 훈련을 통해 양궁선수들의 시선 처리 안정화와 일관성을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생각된다.


Purpose: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develop and apply a virtual reality training program to improve the performance of archery and support psychological technology training. Methods: To explore changes in visual exploration strategies during the training interval and neurophysiological changes after program application, researcher analyzed using Functional near-infrared spectroscopy, virtual reality devices, eye movement tracking equipment, and simulation images. The experiment conducted a total of 8 simulation training sessions twice a week for 4 weeks, and it took about 20 to 30 minutes for each session. Repeated measurement ANOVA was conducted to find out the change in the HbO level of the prefrontal cortex and the difference in group, pre and post-test for Dorsolateral Profrontal Cortex (DLPFC). Post-analysis was conducted using Bonferonni corrections for the main effect and interaction in which significant differences were found. In virtual reality training (Section 1: Before the buzzer of the shot, Section 2: First shot, Section 3: Second shot, Section 4: Third shot, Section 5: Aiming section), descriptive statistics and t-test were conducted for pre-post comparison according to the group for data on the measurement of gaze behavior patterns for each section. Results: As a result of verifying the hemodynamic change of DLPFC, the oxygen saturation of the right DLPFC in the experimental group was found to maintain the level of the pre-test in the post-test, but the control group decreased in the post-test and oxygen saturation of the left DLPFC decreased in post-test than in pre-test in both groups. As a result of analyzing the gaze fixing time to confirm the effect of virtual reality (VR) simulation training, there was a difference in the pre and post-measurement of the experimental group and the control group(2, 3, 4, 5 sections), and only in 4 sections in the number of gaze movements. Conclusion: As a result of these studies, it is judged that stabilization and consistency of gaze processing of archers can be expected through repeated VR simulation training.

KCI등재

저자 : 김용세 ( Yongse Kim ) , 권성호 ( Sungho Kwon )

발행기관 : 한국스포츠심리학회 간행물 : 한국스포츠심리학회지 33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19-137 (1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목적: 본 연구의 목적은 운동선수들의 징크스 관련 경험을 탐색하고 이를 바탕으로 자신의 징크스를 믿는 정도를 측정할 수 있는 척도를 개발하는 것이다. 방법: 먼저 국가대표 운동선수 9명을 대상으로 심층면담을 실시하였으며, 대학급 이상 운동선수 78명을 대상으로 개방형 설문 자료를 수집하였다. 수집된 자료는 예비문항을 제작하기 위해 귀납적 분석을 실시하였으며, 제작된 43개의 예비문항은 전문가 회의를 통한 내용타당도 검증을 거쳐 최종 21개 예비문항으로 구성하였다. 이후 예비문항을 바탕으로 고등학교 및 성인 운동선수 434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하였으며, 설문조사에서 수집된 자료는 통계적 검증을 통해 문항에 대한 타당도와 신뢰도를 확보하였다. 구체적인 통계적 검증 과정에서는 문항적합도 검증, 탐색적 요인분석, 확인적 요인분석, 신뢰도 검증, 개념타당도 검증, 교차타당도 검증을 실시하였다. 결과: 이와 같은 과정을 거쳐 운동선수 징크스 신념 척도는 긍정적 신념 5문항, 부정적 신념 4문항 총 2요인 9개 문항으로 구성되었다. 결론: 본 연구에서는 기존 척도의 한계점을 극복하여 신뢰도와 타당도가 검증된 척도를 개발하였다. 이러한 결과는 실제 스포츠 현장에서 선수들이 자신의 징크스를 얼마나 믿고 있는지에 대한 정확한 측정을 가능하게 하며, 추후 징크스 신념과 다양한 심리적 요인들의 관계에 대해 보다 명확한 연구를 기대할 수 있다.


Purpose: The purpose of the study was to explore athletes' experiences of superstitious beliefs and to develop a scale that measures the belief of jinx. Methods: Therefore, in-depth interviews were conducted among nine national team athletes who are currently active, to explore the experiences of superstitious beliefs and open-ended data were collected from 78 college or higher leveled athletes. The surveying was conducted among 434 athletes who were affiliated in high school teams or were adult athletes. In this study, statistical verification procedures were conducted through construct validation, exploratory factor analysis, confirmatory factor analysis, internal consistency analysis, convergent validation and discriminant validation, the measurement invariance test, it was proved through cross validity. Results: As a result, two-factor(positive belief, negative belief), nine-question belief in jinx scale was developed. Conclusion: The belief in jinx scale developed in this study supplemented the limitations of the existing scales. Thus, it is possible to measure how much athletes believe in superstitious thoughts and behaviors such as jinx. Furthermore, it is understood that future studies can examine the relationships between belief in jinx and various psychological variables.

KCI등재

저자 : 최옥숙 ( Ok Sook Choi ) , 박세윤 ( Seyun Park ) , 윤대현 ( Dae-hyun Yun )

발행기관 : 한국스포츠심리학회 간행물 : 한국스포츠심리학회지 33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39-159 (2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목적: 스포츠 분야에서 발생하는 폭력의 심각성이 드러나면서 스포츠 폭력에 대한 제도적 노력과 학계의 연구가 지속되어 왔다. 그러나 실태 파악에 관한 관심에 비해 스포츠 폭력의 개념과 그 유형에 대한 학문적 논의는 부족하였다. 본 연구는 스포츠 폭력의 의미와 구조를 재조명하고 관련 연구경향을 살펴보았으며, 스포츠 폭력의 유형에서 심리적 폭력을 개념화하고자 하였다. 방법: 본 연구를 위해 문헌연구와 체계적 문헌고찰 방법 사용하였으며, 전문가 집단의 자문을 받았다. 결과: 현재까지 제도적인 스포츠 폭력 관련 조사는 선수가 운동현장에서 겪은 폭력 피해(실태)에 집중함으로써 주로 대인 간 폭력의 범주에서 수행되었다. 학계의 경우 대인 간 폭력 뿐 아니라 사회현상의 측면을 포함해 스포츠 폭력을 정의하는 경향도 발견할 수 있었으나, 스포츠 폭력의 개념에 직접적으로 접근한 문헌은 매우 적은 수준으로 나타났다. 이에 광범위한 의미를 포괄하는 일반적 폭력의 정의를 토대로 스포츠 폭력의 의미를 재구성하였다. 또한, 최근 스포츠 폭력의 심리적 영향에 대한 심각성이 대두됨에도, 국내 스포츠 폭력에서 심리적 영역은 매우 미미한 수준으로 언급되고 있었으며, 언어폭력 내에서 심리적 영역이 논의되는 경향도 나타났다. 이에 따라, 스포츠에서 심리적 폭력에 대한 개념적 논의의 필요성을 밝히고, 이를 개념화하였다. 결론: 본 연구는 WHO에서 제시한 폭력의 개념에 근거하여 스포츠 폭력의 의미를 재조명하였으며, IOC가 제시한 '비우발적 폭력'에서 독자적으로 분류한 심리적 영역의 의미를 토대로 스포츠에서 심리적 폭력을 개념화하였다. 이러한 연구는 스포츠에서 폭력을 보다 포괄적 수준에서 해석할 수 있는 근거를 제시할 뿐 아니라, 스포츠에서 심리적 폭력을 하나의 주요 영역으로 다루어야 할 동력과 이해의 틀을 제공하는 것에 그 의의가 있다.


Purpose: Due to the seriousness of violence occurring in sport, efforts of institutional context and academic research on violence in sport have continued. However, compared to the interest in the actual situation of sport violence, the discussion on the definition and types of sport violence is insufficient. This study re-examined the meaning and structure of violence in sport, identifying research trends of sport violence, and tried to conceptualize psychological violence as a type of sport violence. Methods: In this study, literature and systematic review were applied, and consultation was received from an experts' group. Results: Sport violence-related investigations were mainly dealt with in the category of interpersonal violence by focusing on the actual conditions of violence experienced by athletes in the field of sport. In the case of academic research, definitions that consider both interpersonal violence and collective aspects have been presented. However, there is a lack of researches that clearly approaches the definition of sport violence. Although the seriousness of the psychological effects of violence has been raised, there has been very little interest in the psychological aspects of sport violence in Korea. Also, there was a tendency that the psychological part was being discussed in the area of verbal violence. Conclusion: This study reconceptualized sport violence based on the WHO definition of violence. The IOC has independently dealt with psychological abuse in non-accidental violence, and based on this, we conceptualized psychological violence in sport. This study provides a broader perspective to understand violence in sports, and has implications in providing a framework for classifying psychological violence in sports as one major area.

KCI등재

저자 : 이슬 ( Seul Lee )

발행기관 : 한국스포츠심리학회 간행물 : 한국스포츠심리학회지 33권 3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61-182 (2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목적: 이 연구의 목적은 영유아 어머니들의 육아 일상에서 운동이 주는 의미를 구성주의 근거이론(Constructing Grounded Theory) 접근 방법으로 탐색해보는 것이다. 방법: 연구 참여자는 유목적 표집법을 활용하여 서울과 청주지역의 만 0세∼6세의 자녀를 둔 영유아 어머니 중 규칙적인 운동을 6개월 이상 실천하고 있는 인원을 선별하였다. 이 과정에서 참여자들의 관계망을 통해 연쇄적으로 표본의 수가 증가하는 눈덩이 표집(snowball sampling) 현상이 나타났다. 총 127명의 설문 응답 자료 중 불성실한 자료를 제외하고 최종 115명의 자료를 수집하였다. 자료 분석은 Charmaz(2006)의 구성주의 근거이론 방법의 절차에 따라 코딩 과정에서 추출한 각 범주를 기반으로 영유아 어머니들이 갖는 운동의 의미를 도식화하여 구성하였다. 결과: 첫째, 영유아 어머니들의 '운동 시작 계기' 도식은 자기 돌봄의 상위범주가 신체적, 심리적 돌봄의 하위범주로 구분되어 나타난 구조를 확인하였다. 둘째, 어머니들의 '운동 지속' 요인들의 도식화 결과, 운동환경구축, 개인적 차원, 운동의 이득으로 모아진 각 범주가 서로 순차적 관계가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셋째, '운동의 의미'를 도식화한 결과, 운동은 영유아 어머니들의 신체적, 정신적 건강증진에 도움을 주어 '자기(self)'를 돌볼 수 있는 수단으로 작용하며, 이는 아이들에게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쳐 다시 정신건강 증진과 자기 돌봄 행동의 강화로 이어지는 긍정적인 선순환적 구조를 확인하였다. 또한, 운동은 '자기'와 '육아' 사이에서 균형을 이룰 수 있는 중심이자, 삶의 원동력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결론: 종합적으로 운동은 육아의 일상에서 돌봄 노동에 지속해서 노출된 영유아 어머니들의 신체적, 정신적 건강증진을 도모할 뿐 아니라 삶의 균형을 찾는 데에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한다. 이러한 결과가 의미하는 바는 주 양육자(어머니를 포함한)가 자기 돌봄을 영위할 수 있는 환경적 구축이 무엇보다 중요하며 운동을 비롯한 자기 돌봄 행위의 지속적인 유지가 가능하도록 지역사회와 정책적 차원의 적극적인 지원이 절대적으로 필요함을 강조한다. 나아가 육아와 돌봄의 영역이 '여성' 고유의 영역으로 인식되고 있는 다소 편향적인 성 역할에 대하여 사회문화적인 인식이 변화해야 할 필요성을 촉구하는 의미 있는 결과이다.


Purpose: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plore the meaning of exercise in the daily life of mothers of early children through a constructing grounded theory approach. Methods: The participants using purposeful sampling method to select mothers of children aged 0-6 in Seoul and Cheongju who practiced regular exercise for more than 6 months. In this process, the snowball sampling effect was shown, in which the number of samples increased in a chain through the network of participants. The final 115 data were collected, excluding insincere data out of a total of 127 questionnaire responses. Data analysis diagrammed the meaning of exercise of mothers based on each category extracted from the coding process according to the procedure of the constructing grounded theory method of Charmaz(2006). Results: First, the 'exercise start trigger' diagram of mothers of early children confirmed the structure in which the upper category of self-care was divided into sub-categories of physical and psychological care. Second, as a result of diagramming of mother's 'exercise continuation factors', it was confirmed that each category collected by exercise environment construction, personal dimension, and exercise benefit had a sequential relationship with each other. Third, as a result of diagramming 'the meaning of exercise', it is acts as a means of taking care of 'self' by helping mothers with young children to improve their physical and mental health, which has a positive effect on children as well. A positive virtuous cycle structure was identified that leads to improvement of mental health and reinforcement of self-care behavior. Also, exercise was found to be the center of balance of life between 'self' and 'parenting' and the driving force of life. Conclusion: In summary, exercise plays a very important role in the daily life of parenting to improve the physical and mental health of mothers who are constantly exposed to childcare, but also plays a very important role in finding a balance in their lives. These results suggest that it is most important to establish an environment in which the main caregivers (including mothers) can take care of themselves, and that active support from the local community and policy is necessary to maintain self-care behaviors including exercise. Furthermore, it is a meaningful result that urges the need for a change in socio-cultural awareness of the somewhat biased gender role, which is recognized as the domain of only 'women' in the areas parenting and caring.

1
권호별 보기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