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한국연금학회> 연금연구

연금연구 update

  • : 한국연금학회
  • : 사회과학분야  >  사회복지
  • :
  • :
  • : 연속간행물
  • : 반년간
  • : 2234-084X
  • :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1권1호(2011)~12권1호(2022) |수록논문 수 : 96
연금연구
12권1호(2022년 06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저자 : 김호균 ( Hokyun Kim ) , 문상준 ( Sangjun Moon )

발행기관 : 한국연금학회 간행물 : 연금연구 12권 1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20 (2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최근 많은 즉시연금 관련 분쟁이 발생하고 있는데, 본 연구는 이 분쟁이 발생한 근본적인 원인을 사업비 선취방식(Front-end loading)의 상품구조에서 발생한 것으로 보인다. 이를 위해서 즉시연금(만기환급형)의 연금액 산출식으로부터 사업비 부과체계, 연금액 산출방법, 공시이율 적용 구조 및 최저보증이율로 예시된 연금액을 살펴보면서 상품구조를 분석한다. 그 결과, 즉시연금을 사업비 후취방식(Back-end loading)으로 설계하는 것과 은행 정기예금 상품과 손쉽게 비교할 수 있도록 연금액을 공시하는 것을 이 분쟁 예방을 위한 개선방안으로 제시한다.


Recently, there have been many disputes related to immediate annuity. This study shows that the root cause of these disputes is the product structure of the front-end loading method. To this end, the product structure is analyzed from the calculation formula of the maturity refund type immediate annuity, by examining the loading system, annuity amount calculation method, the structure of applying Disclosed Interest Rate, and annuity amount exemplified by the minimum guaranteed rate.
As a result, designing a term-certain with money back immediate annuity as a back-end loading method and disclosing the annuity amount so that it can be easily compared with bank deposit are suggested as improvement measures to prevent this dispute.

저자 : 최혜은 ( Haeeun Choi ) , 유종성 ( Jong-sung You )

발행기관 : 한국연금학회 간행물 : 연금연구 12권 1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21-50 (3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한국은 노인 빈곤 OECD 1위일 뿐만 아니라 노인 소득불평등도 최상위권에 속하고 있다. 노인의 가처분소득에서 갈수록 비중이 커지는 공적이전소득, 특히 공적연금과 기초연금이 노인의 빈곤뿐 아니라 소득불평등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서도 심층적인 분석이 필요하다. 특히 공적연금에 관해서는 노인 소득불평등을 강화할 가능성도 제기되었기 때문에 이를 실증적으로 검증해볼 필요가 있다. 본 연구는 국민연금과 특수직역연금을 포함한 공적연금과 기초연금이 노인의 소득불평등에 미치는 영향을 살펴보고자 한다. 가계금융복지조사(2011년-2020년 귀속소득) 자료를 이용하여 각각의 소득원천이 불평등도에 미친 영향을 지니계수 요인분해 방법을 사용하여 분석한다.
공적연금과 기초연금의 노인소득 불평등 영향을 분석한 기존 연구 중에 지니계수 요인분해 방법을 사용한 연구는 Hwang(2016)이 유일하다. 그는 1998년부터 2010년까지의 노인실태조사를 사용하여 공적연금이 노인소득불평등을 심화한다는 결과를 보인 바 있다. 그러나, 현 시점에서 국민연금의 성숙과 기초연금의 발전에 따른 영향을 다시 분석해볼 필요가 있다. 본 연구 결과 기초연금과 달리 국민연금과 특수직역연금을 포함한 공적연금은 여전히 노인소득 불평등을 강화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Korea has not only the highest elderly poverty rate among the OECD countries but also belongs to the top group in terms of old-age income inequality. Hence, there is need for in-depth analysis of the effects of public transfers such as public pensions and the basic pension on income inequality as well as poverty among older people in Korea. In particular, some scholars have argued that public pensions may increase income inequality in old age. Such argument should be tested empirically. This study examines the impact of public pensions, including the National Pension and special occupational pensions, and the Basic Pension on old-age income inequality. We employ Gini coefficient decomposition method in order to identify the effect of each income source on income inequality, using data from the Survey of Household Finances and Living Conditions for the years from 2011 to 2020.
Among the previous studies of the impact of public pensions and the basic pension on old-age income inequality, only Hwang(2016) employed the Gini coefficient decomposition method. He found that public pension benefits had inequality-intensifying effect on old-age income in Korea, using data from the National Survey on the Living Status of the Korean Elderly for the years from 1998 to 2010. We need to reexamine the possible changes in the effects of public pensions and the basic pension, considering substantial expansion of these pension schemes since then. Our analysis shows that public pensions still have inequality-intensifying effect, while the basic pension has inequality-ameliorating effect among the elderly in Korea.

저자 : 김성일 ( Kim Sung Il )

발행기관 : 한국연금학회 간행물 : 연금연구 12권 1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51-81 (3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연구목적] 퇴직연금제도는 가입자 중심적인 제도이지만 사용자와 퇴직연금사업자가 주도하여 운영되는 구조(DB/DC)로 되어 있다. IRP의 경우는 오로지 가입자만이 의사결정을 해야 하는 제도로서 가입에서부터 자산 운용 및 연금화까지 거의 모든 의사결정이 가입자에게 전가된 구조이다. 그러나 가입자의 이익을 제고하기 위해 퇴직연금제도에서 존재하는 기제는 찾기 어렵고, 사용자(DB/DC)와 퇴직연금사업자(IRP)에게 법적으로 부과된 가입자교육이 거의 유일한 방편이다. 하지만 퇴직연금제 도입 이후 가입자교육이 성공적이라고 볼 수 있는 것은 일부 사용자 주도적ㆍ자발적 경우를 제외하고는 매우 희박하다.
본 연구는 가입자교육 부진을 시장실패에서 찾으려 했으며 그 선행변수로서 현재 가입자교육의 사업자 내부화(make)와 향후 외부화(buy)될 경우 가입자교육 시장실패는 어떻게 극복될 수 있는지를 모색하고자 했다.
[연구방법] 본 연구는 퇴직연금 종사 전문가들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하였다. 변수의 신뢰성을 위해 Cronbach' Alpha 검증을 실시하였고, 타당성 검정을 위해 요인분석(factor analysis)를 실시하였다. 가설검증을 위해 다중회귀분석(multiple regression)을 실시하였다.
[연구결과] 현재 가입자교육의 사업자 내부화는 시장실패의 직접적인 원인이 되지 못한다는 결과를 얻었으며 가입자교육을 외부화할 경우 사업자의 교육 전문성 부족 때문에 증대되는 사업자 사적비용 초과지출을 줄일 수 있었다. 또한, 교육제공 어려움 때문에 증대되는 정보의 비대칭도 개선될 수 있었다.
[연구시사점] 가입자교육 개선전략 중 교육내용이 표준화되면 가입자교육 독과점 구조, 사업자의 사적비용 초과지출, 그리고 정보의 비대칭이 해소될 수 있음을 시사하고 있다. 나아가 교육전문가 자격증을 도입하면 사업자의 사적비용 초과지출과 정보의 비대칭이 개선되며 퇴직연금 모집인에게 교육을 허용하면 사업자의 사적비용 초과지출이 개선될 것을 시사하고 있다.


Although the retirement pension system is a subscriber-centered system, it has a structure (DB/DC) led by the employer and the retirement pension service provider. In the case of IRP, only subscribers have to make decisions, and almost all decisions from subscription to asset management and annuity are passed on to subscribers. However, it is difficult to find a mechanism that exists in the retirement pension system to enhance the benefits of the insured, and the legally imposed on the employer(DB/DC) and the retirement pension service provider(IRP) is almost the only way. But, it is very rare that member education can be considered successful after the introduction of the retirement pension system, except for some employer-led and voluntary cases.
This study tried to find the sluggish subscriber education from market failure and, as a leading variable, tried to find out how the subscriber education market failure could be overcome if the current subscriber education business was internalized(make) and externalized(buy) in the future. As a result, it was found that the internalization of the current subscriber education service does not directly cause market failure, and when the subscriber education is externalized, it is possible to reduce the private expenses of the operator, which increases due to the lack of education expertise of the operator. In addition, information asymmetry, which increases due to difficulties in providing education, could be improved.
On the other hand, if the education contents were standardized among the strategies for improving subscriber education, the monopoly structure of subscriber education, excessive private expenses of business operators, and information asymmetry could be resolved. Furthermore, it was found that the introduction of the education expert's license improved the business operators' private expenditures and information asymmetry.

저자 : 강성호 ( Sungho Kang ) , 류건식 ( Keonshik Ryu )

발행기관 : 한국연금학회 간행물 : 연금연구 12권 1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83-110 (2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에서는 취약계층이 사적연금에 가입할 경우 소득개선 효과와 보조금 지급 시 추가적인 노후소득 개선 및 재정지출 효과를 분석하였다.
분석결과, 퇴직연금과 개인연금에 대한 가입은 노후소득을 개선하여 소득계층을 이동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즉, 은퇴 전ㆍ후 '기초소득(가칭)'이 동일한 경우 사적연금 가입으로 1분위는 2.6%만큼, 2분위는 20.8%, 3분위는 13.7%, 4분위는 17.1% 정도 소득계층이 상향되는 것으로 추정되었다.
한편, 개인연금 가입 시 보조금을 제공할 경우 소득개선 및 재정지출 효과에 대해 분석한 결과, 국민연금에는 가입하고 있으나 개인연금에는 가입하지 못하였던 저소득층은 개인연금 가입으로 소득계층의 상향 이동이 나타나는 것으로 분석되었다. 재정지출 효과를 분석한 결과, 개인연금 미가입자 중 50%에게 매월 3만원을 보조할 경우 연간 1조 4,450억 원, 월 5만원 보조할 경우 연간 2조 4,080억 원, 월 10만원 보조할 경우 연간 4조 8,150억 원이 추가적으로 발생할 것으로 추정되었다. 또한 개인연금 미가입자 모두에게 보조금을 지급할 경우 재정지출은 보조금을 매월 3만원 제공할 경우 연간 2조 8,690억 원, 월 5만원 제공시 연간 4조 7,820억원, 월 10만원 제공시 연간 9조 5,640억 원이 추가적으로 발생할 것으로 추정되었다.
이러한 결과를 통해 볼 때 사적연금 활성화는 노후소득을 개선시킬 것으로 판단되며, 무엇보다 국민연금 가입을 전제로 할 경우, 저소득층에 대한 사적연금의 보조금 지급은 정당성을 확보할 것으로 기대된다.


We analyzed that the private pensions will increase the retirement income and government expenditures, and government subsidy is utilized as the mediating role of increasing private pension in this study.
We found that retirement and personal pensions were to be effective in improving retirement income. In other words, the private pension made move income class, as the first quintile was increased by 2.6%, and 20.8% were second quintile, third quintile was increased by 13.7%, and forth quintile was increased by 17.1%.
On the other hand, we analyzed earnings improvement and financial effects of the subsidy in order to realize these effects.
As a result, if low-income class who join the National Pension Scheme but not individual pension receive a subsidy, that will be making actively transmute income class. According to the effect of government expenditures, if non-participation party in private pension receive ₩ 30,000 per month for 50% of subjects the government expenditures was estimated 1 trillion and 445 billion and if ₩ 50,000, 2 trillion 408 billion, and if ₩ 100,000 per month, 4 trillion 815 billion won.
As the same logic, if non-participation party in private pension receive ₩ 30,000 per month for 100% of subjects the government expenditures was estimated 2 trillion and 869 billion and if ₩ 50,000, 4 trillion 782 billion, and if ₩ 100,000 per month, 9 trillion 564 billion won.
In conclusion, private pensions are expected to be very useful as means to increase retirement income, if the beneficiary is a priority to join the national pension, It will be able to ensure the legitimacy of private pension support.

1
권호별 보기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