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사회과학연구 update

Journal of Social Science

  • : 경희대학교 사회과학연구원
  • : 사회과학분야  >  사회학
  • : KCI등재
  • :
  • : 연속간행물
  • : 연3회
  • : 1226-7546
  • :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1권0호(1974)~48권1호(2022) |수록논문 수 : 781
사회과학연구
48권1호(2022년 04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조직의 통합 커뮤니케이션 시스템 구축: 강남구청 정책홍보조직 재구축 사례 연구

저자 : 박종민 ( Park Jongmin ) , 손상희 ( Shon Sanghee ) , 홍순언 ( Hong Soonun )

발행기관 : 경희대학교 사회과학연구원 간행물 : 사회과학연구 48권 1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33 (3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이론적 논의를 통해 조직의 효율적인 통합 커뮤니케이션 구축, 행정부의 협치적 의사결정 거버넌스 시스템 운영, 정부의 온라인 커뮤니케이션 시스템 구축이라는 최근 행정조직의 세 가지 흐름을 확인 후, 강남구청 정책홍보조직의 재구축 방안을 제시하였다. 연구방법은 구민 설문, 구청 정책 홍보실 직원과 전문가 심층인터뷰, 그리고 연구진의 조직 진단 및 변화 방안 도출로 진행되었다. 연구결과, 연구문제1 결과의 종합 방향은 '세계적인 도시브랜드, 강남'을 위한 SNS 디지털 소통, 'SNS와 홈페이지를 통한 대국민 쌍방향 커뮤티케이션 밀착행정', '위기관리 대응을 위한 <온라인 기자실> 신설, 구청장의 < 순균C 온라인 브리핑 >을 통한 직접적 정책 구정홍보'였다. 다음 강남구 정책홍보조직의 SWOT분석을 통해 연구문제2에 제시된 새로운 통합 커뮤니케이션 구조 설계 이슈 제안은 세 가지이다. 조직설계 이슈 1은 '효율적 업무분장과 전문성 강화를 통해 대내외 언론홍보 정책의 중요성 강화 및 콘텐츠 관리의 통합성 강화 목적', 조직설계 이슈 2는 '구청장-구청-구민간 순환적 소통 커뮤니케이션 구축과 구정 홍보와 정책홍보의 체계적 관리 및 지원 목적', 마지막으로 조직설계 이슈 3는 '체계적 도시브랜드 커뮤니케이션을 위한 통합 미디어 운영 구축 목적'으로 구상되었다. 종합 및 논의에서 세 가지 이슈를 바탕으로 하는 정책홍보실 구조개혁 방안 A,B,C가 제시되고 논의되었다.


Through theoretical discussion, this study confirmed three recent trends in administrative organizations: the establishment of efficient integrated communication for the organization, the operation of the administration's cooperative decisionmaking governance system, and the establishment of the government's online communication system. And a plan to re-establish the policy and public relations organization of Gangnam-gu Office was suggested. The research method consisted of a resident survey, an interview with the staff of the policy and public relations office, an in-depth interview with experts, and the research team's organizational diagnosis and change plan. As a result of the research, the general direction of the results of Research Question 1 is SNS digital communication for 'Gangnam, a global urban brand', 'Close administration of interactive communication with the public through SNS and website', 'New establishment of < Online Press Room > for crisis management response, direct policy publicity of the mayor using < the Sunkyun C online briefing >. Next, through SWOT analysis of the Gangnam-gu policy and public relations organization, there are three proposals for a new unified communication structure design issue presented in Research Question 2. Organizational design issue 1 is for 'reinforcing the importance of internal and external media PR policies and strengthening the integration of content management through efficient division of duties and professionalism', and organizational design issue 2 is 'establishing cyclical communication between the mayor-gu office-gu residents' and 'The purpose of systematic management and support of Gangnam-gu's reputation promotion and policy promotion', and finally, organizational design issue 3 was conceived as 'the purpose of establishing integrated media operation for systematic city brand communication'. In the synthesis and discussion, structural reform methods A, B, and C of the Policy and Public Relations Office based on three issues were presented and discussed.

KCI등재

2한국과 대만의 코로나19 방역지침 준수의도 결정 요인 연구: 코로나19 뉴스 이용, 보호동기이론, 계획행동이론 을 중심으로

저자 : 황우념 ( Huang Yu-tien ) , 이정기 ( Lee Jeong Ki )

발행기관 : 경희대학교 사회과학연구원 간행물 : 사회과학연구 48권 1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35-72 (3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연구는 2021년 10월 현재, 코로나19 방역 모범국으로 평가받고 있는 한국과 대만의 수용자들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바이러스 방역지침 준수의도에 영향을 미치는 원인을 파악하기 위해 기획됐다. 방역지침 준수가 코로나19 바이러스를 종식시킬 수 있는 가장 강력한 방법이라는 측면에서 이 연구의 결과는 한국과 대만 사회에 코로나19 바이러스를 종식시키기 위한 수용자 측면의 함의를 제공해 줄 수 있을 것이라고 판단했다. 한국인 207명, 대만인 201명으로 대상으로 진행된 연구결과는 다음과 같다.
먼저 한국인의 코로나19 방역지침 준수의도에 영향을 미치는 변인을 확인한 결과, 코로나19 뉴스 이용, 자기효능감, 태도, 집단규범, 인지된 행위통제 변인이 나타났다. 아울러 대만인의 코로나19 방역지침 준수의도에 영향을 미치는 변인을 확인한 결과 코로나19 뉴스 이용, 심각성 인식, 자기효능감, 대처효능감 변인이 나타났다. 한국인은 주로 미디어 이용과 계획행동이론 변인에 의해, 대만인은 주로 미디어 이용과 보호동기이론 변인에 의해 방역지침 준수의도가 설명됐다.


This study identifies causes affecting the intention to follow preventive measures against the COVID-19 virus among South Korea and Taiwan as model nations of COVID-19 prevention and control. Given that the most powerful way to end the COVID-19 virus was to follow preventive measures against it, the findings of the study provide South Korean and Taiwanese societies with implications for the termination of the COVID-19 virus in the aspect of users. The study surveyed 207 Korean people and 201 Taiwanese people. The findings were as follows:
The study first examined variables impacting the intention to follow preventive measures against COVID-10 among South Korean people and found that it was affected by COVID-19 news usage, self-efficacy, attitude, group norm, and perceived behavior control. The study also examined variables influencing the intention to follow preventive measures against COVID-19 among Taiwanese people and found that COVID-19 news usage, awareness of seriousness, self-efficacy, and coping efficacy had impacts on their intention. Korean people's intention to follow preventive measures against COVID-19 was usually explained by media usage and Theory of Planned Behavior, and that of Taiwanese people was usually explained by media usage and Protection Motivation Theory.

KCI등재

3정치 엘리트들의 이념적 양극화와 유권자들의 정서적 양극화 : 설문 실험 연구

저자 : 권구선 ( Kwon Goosun )

발행기관 : 경희대학교 사회과학연구원 간행물 : 사회과학연구 48권 1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73-95 (2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유권자들의 정서적 양극화에 있어서 정당이 어떠한 영향을 끼치는지, 그리고 정치 엘리트들의 이념적 양극화가 어떠한 영향을 끼치는지 알아보고자 한다. 구체적으로, 설문 실험을 통해 가상의 두 후보자의 소속 정당 정보와 두 후보자 간의 이념적 양극화가 설문 참여자들이 두 후보자에게 느끼는 감정에 어떠한 차이를 불러오는지 실증적으로 분석하였다. 분석 결과에 따르면, 후보자의 소속 정당 정보는 설문 참여자들의 정서적 양극화를 심화시키는 효과를 나타냈으며, 이러한 효과는 설문 참여자들의 지지 정당에 따라 다르게 나타났다. 하지만, 후보자 간의 이념적 양극화는 설문 참여자들의 정서적 양극화에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영향을 끼치지 못했다. 이를 바탕으로 한국의 유권자들이 정치 엘리트들의 이념적 양극화보다는 정당 간의 적대적 대립에 근거하여 정서적 양극화를 경험하고 있다는 결과를 도출하였다.


The study tries to examine how party label and ideological polarization of political elites influence affective polarization in mass public. Specifically, employing survey experiment, the study empirically analyzes whether and how party label of two fictitious candidates and ideological polarization of the candidates make a difference in the feeling of survey participants toward the candidates. Statistical results show that the party label heightens affective polarization of the participants, differently depending on the party identification of them, while the ideological polarization does not have a statistically significant effect on affective polarization of the participants. It implies that South Korean voters experience affective polarization based on the antagonistic confrontation between political parties rather than ideological polarization by itself of them.

KCI등재

420대 대졸 여성은 차별받지 않는가: 성별과 임금의 종단적 관계 및 조직몰입의 조절효과

저자 : 신용우 ( Shin Yong Woo ) , 조영일 ( Cho Young Il )

발행기관 : 경희대학교 사회과학연구원 간행물 : 사회과학연구 48권 1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97-118 (2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의 목표는 경력단절 이전의 20대 대졸 청년층의 임금증가 궤적에 성별 차이가 있는지 살펴보는 것과 임금증가 궤적의 성별 차에 비인지적 역량인 조직몰입이 영향을 미치는지 검정하는 것이다. 본 연구는 한국노동패널(KLIPS)을 이용하였으며, 잠재성장모형과 잠재조절구조방정식을 사용하여 분석하였다. 재직 1년차부터 재직 4년차까지의 20대 대졸 청년층의 임금증가 궤적은 선형관계로 나타났으며, 초기 임금이 높은 사람이 임금증가는 더뎠다. 임금증가 궤적의 성별 차이는 재직 1년차 임금은 남성이 여성보다 유의하게 높았으나, 선형변화율은 성별 차이가 없었다. 조직몰입은 임금증가 궤적의 성별 차이를 조절하지 못하였다. 20대 대졸 여성이 남성보다 임금이 낮은 일자리에 취업하는 성차별은 있으나, 임금증가에서 성차별은 나타나지 않는다.


This study analyzed differences in the income increase trajectories of college graduates in their 20s, before their career break, according to gender. It also examined the effect of organizational commitment, a non-cognitive competence, on the differences in income increase trajectories based on gender. To this end, it conducted analyses based on the data obtained from the KLIPS, latent growth model, and latent moderated structural equation. The analytic results indicated that the college graduates in their 20s who have been working in their current workplaces for one to four years showed a linear income increase trajectory; those who received high starting incomes showed a slow income increase. Concerning the differences in income increase trajectories according to gender, men with a work experience of one year received significantly higher incomes than women with the same work experience. However, a linear change rate did not show any differences according to gender. In addition, organizational commitment did not control the differences in income increase trajectories according to gender. The analytic results verified that female college graduates in their 20s were more likely to obtain jobs with lower incomes than their male counterparts as a result of gender discrimination. However, they were not discriminated in terms of gender for an income increase.

1
권호별 보기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