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겨레어문학회> 겨레어문학

겨레어문학 update

  • : 겨레어문학회
  • : 어문학분야  >  국문학
  • : KCI등재
  • :
  • : 연속간행물
  • : 반년간
  • : 1229-5175
  • : 2713-9611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3권0호(1964)~67권0호(2021) |수록논문 수 : 895
겨레어문학
67권0호(2021년 12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행정안전부 순화 대상어 선정의 문제점 고찰

저자 : 서은아 ( Seo Eun-a )

발행기관 : 겨레어문학회 간행물 : 겨레어문학 67권 0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5-28 (2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연구에서는 행정안전부가 2011년부터 2020년까지 7차례에 걸쳐 발표한 순화 대상어 1,416개를 분석하였다. 그 결과 순화 대상어 선정에 몇 가지 문제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첫째, 그동안 행정안전부가 발표한 순화 대상어 1,416개의 실제 사용 빈도가 388개(27.4%)로 매우 낮다. 아울러 현재를 기준으로 그동안 발표한 모든 순화 대상어가 순화 대상인지 가장 최근에 발표한 순화 대상어만 순화 대상인지 명확하지 않다. 새로 발표한 순화 대상어 목록에 기존 순화 대상어 일부가 포함되어 있어 누적 방식으로 볼 수도 있으나 지금도 사용되고 있는 순화 대상어 중 누락된 것들이 많아 순화 대상어 목록이 어떻게 선정되는지 이해하기 어렵다. 둘째, 사용 빈도가 낮거나 높은 순화 대상어를 목록에 포함할 것인지 제외할 것인지 결정하기 위해 순화어 사용 빈도를 함께 살펴야 하는데 그러한 검토가 이루어지지 않고 있다. 셋째, 그 밖의 문제점으로 순화 대상어 목록을 구성할 때, 일부는 단일어를 또 일부는 복합어를 순화 대상어로 제시할 뿐만 아니라, 일부는 표준어를 또 일부는 비표준어를 순화 대상어로 제시하고 있어서 일관성과 체계성이 부족하다. 아울러 로마자의 비중도 상대적으로 매우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In this study, problems were investigated by analyzing the target words for purification announced seven times from 2011 to 2020 by the Ministry of the Interior and Safety. The results are summarized as follows.
First, the actual frequency of use was not considered when composing the list of 1,416 purified target words announced by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As a result of surveying the frequency of use of 1,416 purified target words announced seven times from 2011 to 2020 by the Ministry of the Interior and Safety in 2020 press releases, only 388 (27.4%) were used.
Second, the frequency of use of purified words was not taken into account when composing the list of 1,416 purified words announced by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Third, the typographical error in the list of words to be purified was not corrected. In other words, the list of purified words is presented without clearly distinguishing between single words and compound words, standard words and non-standard words. Fourth, the list of target words for purification was not properly organized by type.

KCI등재

2마스크 광고의 표현 특성 연구

저자 : 윤재연 ( Yoon Jae-yeon )

발행기관 : 겨레어문학회 간행물 : 겨레어문학 67권 0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29-68 (4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마스크 광고의 언어 표현을 대상으로 그 의미적 양상을 주목하여 살핌으로써, 마스크 광고의 표현 특성을 구명하고자 하는 연구이다. 이를 위해, 광고의 언어 표현을 어절 단위로 추출하고, '출현 빈도 3 이상, 출현 광고 2편 이상'을 기본 조건으로 하여 고빈도 어휘를 선정하였다. 이때 이러한 기본 기준에 부합하지 않는 어휘 항목들이라 하더라도, 어휘 항목 간의 의미 관계를 고려하여 필요한 경우에는 분석 목록에 추가하였다.
최종 분석 대상으로 선정된 고빈도 표현들은 <마스크>와의 관련성에 따라 '광고 일반 표현'과 '마스크 광고 관련 표현'으로 나누었는데, 이때 마스크 광고의 특성을 제대로 보여주는 것은 후자로, 그 의미에 주목하여 유형화를 시도하였다. '마스크 광고 관련 표현'을 통해 확인되는 마스크 광고의 표현 특성은, 마스크 광고에는 '위험과 안전', '불편과 편안', '제품의 기능/특성', '<마스크>의 본질적 속성' 관련 표현들이 주로 사용된다는 것이다.


This study aims to investigate the expression characteristics of mask advertisements by paying attention to their semantic aspects in the language expression of mask advertisements. To this end, the language expression of the advertisement was extracted in units of words, and high-frequency. Vocabulary was selected under the basic condition of 'the frequency of appearance of 3 or more, and two or more appearance advertisements'. At this time, even if the vocabulary items do not meet these basic criteria, the semantic relationship between vocabulary items was considered and added to the analysis list if necessary.
The high-frequency expressions selected as the final analysis targets were divided into "general advertisement expression" and "mask advertisement-related expression" according to the relationship with < mask >, and at this time, it is the latter that properly shows the characteristics of mask advertisements. And so I tried to categorize them. The expression characteristic of mask advertisements identified through "expression related to mask advertisements" is that the following expressions are mainly used in mask advertisements. : Expressions related to "risk and safety", "uncomfortable and comfortable", "function/characteristics of product", and “essential characteristics of < mask >”

KCI등재

3<변강쇠가> 속 하층 여성에 대한 낙인의 폭력성과 저항의 가능성 읽기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과의 비교를 중심으로-

저자 : 김지혜 ( Kim Jihye )

발행기관 : 겨레어문학회 간행물 : 겨레어문학 67권 0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69-98 (3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에서는 고전소설 학습자가 고전소설이 던지는 문제의식을 현대의 문화콘텐츠와 연결지어 고전소설에 흥미롭게 접근하고, 고전소설에 지금-여기의 삶과 연계되는 의미를 부여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 모색하고자 하였다. 이를 위해, 시 공간적 배경에서 거리가 있지만 생계수단이 부재한 하층 여성을 향한 사회적 낙인이 등장하는 고전소설 <변강쇠가>와 현대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을 비교함으로써 낙인의 특성, 낙인에 대응하는 약자의 방식 차이를 살펴보았다.
사회적 낙인은 두 텍스트에서 공통적이었으나 <변강쇠가>에서는 개인의 빈곤, 사회적 재난의 근본적 원인이 되는 구조적 모순을 은폐하고, 원인을 개인화/개별화해 하층 여성을 향한 억압을 정당하게 여기는 사회의 모습이 부각되었다. <동백꽃 필 무렵>에서는 낙인찍힌 하층 여성이 낙인의 재생산에 동참하고, 자신을 향한 낙인을 내면화하는 모습을 통해 사회적 낙인이 지속되면서도 변주됨을 살펴볼 수 있었다. 또한, 하층 여성이 처한 열악한 사회경제적 조건과 그들을 향한 낙인은 시대의 변화와 무관하게 강고함을 알 수 있다.
두 텍스트를 통해 사회적 낙인과 낙인의 내면화라는 악순환의 고리를 끊기 위해서는 공동체의 연대하는 신체가 필요함을 알 수 있다. <변강쇠가>에서는 기구한 삶을 산 하층 여성의 삶을 온전히 공감하고 지지하는 인물이 부재했으나 그 가능성을 뎁득이로부터 찾을 수 있었다. 하지만 연대의 뿌리를 내릴 지반이 마련되지 않았기에 옹녀의 서사는 부지소종(不知所终)으로 기록된다. <동백꽃 필 무렵>에서는 옹산 공동체가 공통 지반을 넓혀가면서 하층 여성과 공통 감각을 공유했기에 연대하는 신체가 되었다. <변강쇠가> 결말에서 사라진 옹녀의 오늘날 모습을 <동백꽃 필 무렵>에 등장하는 하층 여성들을 통해 다양하게 만날 수 있고, <동백꽃 필 무렵>에서 낙인에 대응하는 옹산 공동체는 옹녀에게 부재한 연대하는 신체가 될 수 있을 것이다.
현대 학습자들은 <동백꽃 필 무렵>에 등장하는 하층 여성의 삶을 통해 낯선 텍스트인 <변강쇠가> 속 옹녀의 비극적인 삶을 전체적으로 이해하는 서사적 상상력을 기를 수 있으며, 현대 문화콘텐츠인 <동백꽃 필 무렵>이 제기하는 서사적 질문의 원형이 <변강쇠가>에서도 나타남을 발견함으로써 고전서사의 생명력을 담지할 수 있을 것이다.


In this study, we tried to find a way for learners to interestingly approach classical novels and give classical novels meaning in connection with the life here by connecting the problem consciousness thrown by classical novels with modern cultural contents. To this end, the difference in the characteristics of stigma and the way of responding to stigma was examined by comparing "Byungangsoiga" and "When Camellia Blooms", which are the topics of modern society.
Stigma was common in the two texts, but in "Byungangsoiga", the appearance of a society that justified individual poverty as well as structural contradictions such as disasters in society, personalization, and oppression of Ongnyeo was highlighted. In "When Camellia Blooms", it was possible to see that women branded as upper murder participate in the reproduction of stigma and internalize stigma toward them, which changes even though social stigma continues.
Through the two texts, it can be seen that in order to break the vicious cycle of stigma and internalization of stigma, a solidarity body of the community is needed. In "Byungangsoiga", there was no person who fully sympathized with and supported the life of Ongnyeo, who lived a strange life, but the possibility was found from Depdgi. However, Ongnyeo's narrative is unknown because there is no ground for the roots of solidarity. In "When Camellia Blooms", Ongsan communities shared a common sense with Dongbaek while expanding the common ground, so they became a solidarity body and saved Dongbaek. Today's Ongnyeo, which disappeared at the end of "Byungangsoiga" was found in various ways in "When Camellia Blooms" and Ongsan women who responded to stigma in "When Camellia Blooms" were able to become a solidarity missing from Ongnyeo.
Modern learners can develop a narrative imagination that understands the tragic life of Ongnyeo in the unfamiliar text "Byungangsoiga" through the life of a lower woman in "When Camellia Blooms". And by discovering that the prototype of the narrative question raised by the modern cultural content "When Camellia Blooms" also appears in "Byungangsoiga", it will be possible to support the vitality of the classic narrative.

KCI등재

4위계의 내부와 담론의 바깥 - 서정인의 『달궁』 연구 -

저자 : 김한식 ( Kim Hansik )

발행기관 : 겨레어문학회 간행물 : 겨레어문학 67권 0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99-123 (2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달궁』은 발표 초기부터 독특한 형식으로 주목을 받았다. 그런데, 형식적 특징에 쏠린 관심에 비추어 볼 때 정작 이 소설이 어떤 내용을 담고 있는지, 그것의 의미는 무엇인지에 대한 탐구는 깊이 있게 이루어지지 못했다. 이에 본 논문은 서사와 인물 그리고 주제 등에 주목하여 『달궁』을 살펴보았다. 『달궁』은 주인공의 불행한 삶의 추적과 그녀가 살아가면서 만났던 인물들에 관한 탐구를 동시에 수행한다. 첫 번째 흐름을 따르면 이 소설은 여인의 고난을 다룬 전기적 서사로 읽힌다. 두 번째 흐름을 따르면 이 소설은 하나의 지배적인 목소리가 아닌 다양한 목소리를 통해 우리 사회를 재현하는 작품이다. 두 가지 서사를 통해 작가가 드러내고자 하는 작품의 주제는 한국 사회의 위계질서 탐구와 하위층은 영원히 패배할 수밖에 없는 지배 담론에 대한 비판이다. 위계질서가 흔히 말하는 능력에 의해 정해진다는 것, 그것이 계급사회의 기초라는 점이 비판의 핵심이다. 이 능력에 따른 위계질서라는 관념은 계급사회를 지탱하는 가장 중요한 이념적 기반이다. 따라서 하위층의 저항은 현재와 다른 담론을 통해 이루어져야 한다. 이 소설은 그러한 담론의 필요성에 대해 말한다. 복잡한 형식을 통해 새로운 소설을 지향했음에도 이 소설은 새로운 유토피아를 꿈꾼다는 점에서 1980년대 우리 소설의 상상력과 그리 멀리 있지 않다. 비록 주인공 인실의 삶이 비극적으로 끝나긴 했지만, 그가 보여준 새로운 세계를 향한 바람마저 의미 없지는 않다. 현재 우리가 가야 할 방향이 그쪽이라는 점을 생각하면 더욱 그러하다.


“Dalgung” carries out the pursuit of the protagonist's unhappy life and the exploration of the people she met during her life. Following the first story, the novel is read as a traditional narrative dealing with a woman's suffering. Following the second story, this novel reproduces our society through various voices rather than one dominant voice. The subject of this novel is an exploration of the Korean social hierarchy and a critique of the dominant discourse in which the lower classes are bound to be defeated forever. The core of the criticism is that hierarchies are determined by what is often called competence, and that it is the basis of our society. The notion of hierarchical order according to this ability is the most important ideological foundation that supports our society. The resistance of the lower classes must be made through a different discourse than the present. This novel speaks of the necessity of such a discourse. Although the novel aims for a new novel through various formal experiments, it is not far from the imagination of our novels in the 1980s in that it dreams of a utopia. Although Insil's life ended in tragedy, the desire for a new world her showed is not without meaning. It is even more so when we consider that is the direction we need to go now.

KCI등재

5실시간 온라인 화상 한국어 수업에서의 상호작용 -사회통합프로그램 수업을 중심으로-

저자 : 최은지 ( Choi Eunji )

발행기관 : 겨레어문학회 간행물 : 겨레어문학 67권 0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125-154 (3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고에서는 실시간 온라인 화상 한국어 수업에서의 상호작용 양상을 분석하고 자 하였다. 이를 위해 본고에서는 3개의 한국어 교실에서 실시간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된 한국어 수업 26차시를 녹화하고 이를 전사하여 분석하였다. 분석은 수업에서의 교사와 학습자의 발화량, 연습 활동과 의사소통 활동의 유형, 상호작용 활동의 조직 유형에 대해 이루어졌다. 본 연구의 분석 결과 실시간 화상 온라인 한국어 수업에서는 교사의 발화량이 전체의 80% 내외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분석 결과 온라인 수업에서 학습자의 발화량은 일반 수업에서보다 적었는데, 이는 학습자의 자유로운 발화를 독려하는 언어 사용 시간의 비중이 높지 않았기 때문이었다. 또한 언어 사용 시간에도 학습자의 주도적인 의사소통 활동이 많이 이루어지지 않고 있었으며 상호작용의 조직 방식 역시 단조로운 유형으로 나타났다.


Interaction of Korean class on real-time online video is analyzed in this study. In this purpose, 26 times of Korean classes conducted on real-time online method in three Korean classrooms were recorded and transcribed and analyzed in this study. The analysis was conducted on the amount of utterance of teachers and learners in class, the type of practice and communication activities and the type of organization of interaction activities. It was found that the amount of teacher utterance accounted for around 80% of the total in Korean classes on real-time online video as a result of the analysis in this study. The learner's speech amount in online classes was less than in general classes because the proportion of language use time encouraging learners to speak freely was not enough as a result of the analysis. Also, learners did not have many leading communication activities even during language use time and the organization of interaction was also in monotonous types.

1
권호별 보기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