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한국인적자원관리학회> 인적자원관리연구

인적자원관리연구 update

Juurnal of Human Resource Management Research

  • : 한국인적자원관리학회
  • : 사회과학분야  >  경영학
  • : KCI등재
  • :
  • : 연속간행물
  • : 연5회
  • : 1598-2637
  • :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1권0호(2000)~28권1호(2021) |수록논문 수 : 910
인적자원관리연구
28권1호(2021년 03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기혼 여성근로자들의 프로틴 경력지향성과 일-가정 균형 및 경력만족의 관계 - 업무 후 모바일기기 사용의 조절된 매개효과를 중심으로 -

저자 : 고현미 ( Go Hyun Mi ) , 박재춘 ( Park Jae Chun )

발행기관 : 한국인적자원관리학회 간행물 : 인적자원관리연구 28권 1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1-26 (2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JD-R 이론, WH-R 모형을 기반으로 기혼 여성근로자들의 프로틴 경력지향성이 경력만족에 미치는 영향을 보다 세부적으로 탐색하기 위해 일-가정 균형과 업무 후 모바일기기 사용의 조절된 매개 효과를 검증하였다. 이를 통해, 일-가정 균형의 단순 매개효과, 업무 후 모바일기기 사용의 단순 조절 효과를 검증하는 것이 아니라 조절된 매개효과라는 하나의 종합적 모형으로 실증 분석하였다.
국내 제조업과 주요 서비스업 등에 종사하고 있는 기혼 여성 직원 278명을 대상으로 한 연구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프로틴 경력지향성은 일-가정 균형과 경력만족에 긍정적 영향을 주었다. 둘째, 프로틴 경력지향성과 경력만족에서 일-가정 균형에 의한 업무 후 모바일기기 사용의 조절된 매개효과가 검증되었다. 본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시사점과 연구 한계점 및 향후 연구 방향이 논의되었다.


In this study, the controlled mediating effects of work-family balance and mobile device use after work were verified in order to investigate the effect of married female workers' protean career orientation toward career satisfaction based on JD-R theory, WH-R model. Through this, we tried to grasp a single comprehensive model of controlled mediating effects rather than verifying simple mediating effect of work-family balance and simple manipulation effect of mobile device use after work. The results of a study on 278 married female employees who are engaged in domestic manufacturing and major service industries are as follows.
First, the protean career orientation has a positive effect on the work-family balance and career satisfaction. Second, the moderated mediation effect on the use of mobile devices after work by work-family balance was proved in the protean career orientation and career satisfaction.
Based on the results of this study, implications, limitations of the research and directions for future research were discussed.

KCI등재

2군 간부의 가족갈등이 자살행동에 미치는 영향 - 직무스트레스의 매개효과를 중심으로 -

저자 : 김재엽 ( Kim Jae Yop ) , 최유일 ( Choi Yu Il )

발행기관 : 한국인적자원관리학회 간행물 : 인적자원관리연구 28권 1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27-43 (1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군 간부의 가족갈등이 자살행동에 미치는 영향을 파악하고 직무스트레스의 매개효과를 검증하고자 하였다. 군 간부의 자살행동은 한국 군 간부들의 정신건강이 위태로운 상황에 있음을 보여주는 하나의 예로 군대 내 간부 자살행동에 영향을 주는 요인 분석 및 개입 방안이 필요하다. 이를 위해 2017년 6월부터 2개월간 육군, 해군, 공군의 간부들을 대상으로 자기기입식 설문조사를 실시하여 979명의 응답을 최종 표본으로 선정하여 로지스틱 회귀분석을 수행하였다. 연구결과 조사대상자 중 6.9%가 군 입대 후 자살행동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가족갈등은 직무스트레스를 완전매개하여 군 간부의 자살행동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검증되었다. 본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가족갈등으로 인한 직무스트레스에 주목함으로써 가족갈등을 조기에 발견하고 군 간부의 직무스트레스에 적극적으로 개입하여 자살행동을 예방할 수 있는 실천적 방안을 제언하였다.


The suicide behavior of military officers is an example that shows the mental health of Korean military officers at risk, and it is necessary to analyze the factors that affect the suicide behavior of military officers and to intervene.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dentify the effect of family conflict on suicide behavior and to verify the mediating effect of job stress. To this end, from June 2017, a survey was conducted for executives of the Army, Navy, and Air Force for two months, and a logistic regression analysis was performed by selecting 979 responses as the final sample. As a result of the study, 6.9% of the surveyed subjects showed suicide behavior after enlisted in the military. Family conflict was verified to affect suicide behavior of military officers by completely mediating job stress. Based on the results of this study, by focusing on job stress due to family conflict, practical measures to prevent suicide behavior are suggested by early detection of family conflict and active intervention in the job stress of military officers.

KCI등재

3CEO Succession from Family CEO to Professional CEO - Agency Problem and The Role of Family Member in BOD -

저자 : Nam Yoon Sung

발행기관 : 한국인적자원관리학회 간행물 : 인적자원관리연구 28권 1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45-56 (1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최고경영자 승계(CEO succession) 분야에서, 가족경영자(family CEO)로부터 전문경영자(professional CEO)로의 승계과정에 초점을 맞춘다. 가족경영자에서 전문경영자로의 최고경영자 승계(F-P succession)는 대리인문제를 야기할 가능성을 내포하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F-P 승계는 일반적으로 일어나는 최고경영자 승계의 유형이므로, 예상되는 대리인문제에 대한 처방으로 가장 먼저 생각할 수 있는 방안은 대리인이론에 제시하는 사외이사제도와 같은 내부통제메커니즘이다. 같은 맥락에서 한국기업에는 1997년 외환위기 이후 사외이사제도가 법제화 되었다. 그러나 한국의 상황은 대리인이론이 가정하는 것과 차이점을 보이고 있다. 대리인이론의 출발점인 소유와 경영의 분리와는 달리, 한국기업은 기업을 소유하고 있는 지배주주일가의 가족구성원이 최고경영자로서 해당 기업의 경영도 맡고 있는 형태인 가족경영자인 경우가 일반적으로 관찰된다. 이와 같은 상황에서 F-P 승계로 인한 대리인문제에 대하여, 전제에서 차이를 보이는 대리인이론에 입각한 사외이사제도가 과연 내부통제메커니즘으로서 원활하게 작동할 것인가에 대해서 고찰할 필요가 있다.
기존 연구에 따르면, 한국 기업에서 이사회에 포함된 지배주주일가의 가족임원은 최고경영자에 대한 감시 및 견제의 기능을 하고 있다. 따라서, 본 연구는 대리인문제가 발생할 수 있는 F-P 승계에 있어서, 대리인이론에 입각한 사외이사제도가 감시기능(monitoring function)을 수행하지 못할 것이고, 오히려 이사회의 가족임원(family member in BOD)이 내부통제메커니즘으로서 작동할 것으로 기대한다. 실증결과, 사외이사제도에서 규정한 사외이사의 수를 초과하여 선임한 사외이사의 수는 F-P 승계에 유의한 영향을 미치지 못하는데 반해, 이사회 내에 가족임원의 여부는 F-P 승계에 유의한 정(+)의 영향을 미치는 것을 확인하였다.


In this study, we explore the process of CEO succession from family CEO to professional CEO (F-P). From the agency theory perspective, CEO succession from family CEO to professional CEO can occur agency problem. this problem, agency theory suggests internal control mechanisms such as outside director system which has been adopted in Korea after financial crisis in 1997. However, Korean situation is somewhat different from the situation which is assumed in agency theory, separation of ownership and control. Family CEOs are prevalent in Korea, in which th separation is hardly expected. Under this different situation from agency theory, it is hard to expect that the internal control mechanism, i.e. outside director system based on agency theory works as a monitoring mechanism as is expected in agency theory. Thus, it is necessary to examine if the outside director system stemmed from agency theory can work as an internal control mechanism for possible agency problem occurred by F-P succession.
According to previous research, family members in board of directors rather play this monitoring role in Korean firms. Thus, we suggest that, in F-P CEO succession, the monitoring mechanism is not working by outside director system but by family members in BOD. The results show that CEO successions of (F-P) are more likely to take place when family members exist on the board as a control mechanism. Since Korea does not have a total separation of ownership and control, this phenomenon of CEO succession process from (F-P) will more likely happen.

KCI등재

4문제해결 스타일이 혁신행동에 미치는 영향 - 핵심자기평가와 상사지원인식의 조절효과 검증을 중심으로 -

저자 : 강순 ( Xun Jiang ) , 안성익 ( Ahn Seong Ik ) , 김성용 ( Kim Seong Yong )

발행기관 : 한국인적자원관리학회 간행물 : 인적자원관리연구 28권 1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57-78 (2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기업 간 경쟁이 치열해지면서 통상적인 방법으로 기업이 경쟁에서 이길 수 없게 됨에 따라서 모든 조직들이 혁신을 간구하게 되었고, 이에 따라서 조직혁신을 증진하는 다양한 노력을 시도하는 가운데, 개인 수준의 행동을 통해 조직혁신을 도모하고자 혁신행동이 등장하게 되었다. 이런 배경 속에서 탄생한 혁신행동은 꾸준히 주목을 받아왔고, 그와 더불어 혁신행동을 증진하는 방안에 대해서 다양한 연구가 진행되어 오고 있다. 최근 혁신행동에 대한 종합적 문헌연구를 실시한 Kwon & Kim(2020)의 연구에서는 혁신행동의 선행요인으로서 개인특성의 중요성이 매우 낮게 다루어졌다. 이에 본 연구는 개인특성과 혁신행동간 관계를 다룬 기존 연구를 간략히 살펴보고, 연구의 방향을 설정하였다.
기존 연구에서는 성격과 혁신행동 간 관계에 대해서는 많이 연구되었으나, 이외의 개인특성과 혁신행동 간의 관계를 다룬 연구는 매우 부족한 편이다. 이에 본 연구는 혁신행동 연구 초기에 다루어졌던 개인특성인 문제해결 방식과 최근 주목받고 있는 개인특성인 핵심자기평가에 주목하게 되었다. 그리고 성격과 같은 개인특성과 혁신행동을 다룬 연구들은 혁신에 대한 성격의 주효과에도 많은 관심을 보였지만, 특성활성화 이론에 입각하여 성격 등의 특성이 혁신행동으로 발현되게 하는 상황요인에도 많은 관심을 보였다. 이러한 기존 연구 흐름에 따라서, 본 연구는 문제해결 스타일이 혁신행동으로 발현되는 과정에서 관련 상황요인으로 상사지원에 주목하고, 문제해결 스타일과 혁신행동 간의 관계에서 상사지원의 조절효과를 살펴보았다. 나아가, 특성활성화이론을 확장하여, 개인특성이 관련 행동으로 발현하는 과정에서 특정 개인이 이 관계를 증폭시킬 수 있는 가능성에 대해서 논의하고, 핵심자기평가가 문제해결 스타일과 혁신행동 간의 관계를 조절하는지 여부를 확인하였다.
이를 실증적으로 분석하기 위해서 중국의 공기업에 근무하는 228명으로부터 설문을 통해 자료를 수집하였고, 위계적 회귀분석을 통해 가설을 검증하였다. 분석결과, 문제해결 스타일의 두 하위 차원 중에서 직관적 문제해결 스타일만 혁신행동에 유의한 정(+)의 효과를 보였다. 또한 핵심자기평가는 혁신행동에 통계적으로 유의한 정(+)의 효과를 보였지만, 직관적 문제해결 스타일과 혁신행동 그리고 체계적 문제해결 스타일과 혁신행동 간 관계 모두에 대해서 유의한 조절효과를 보이지 않았다. 마지막으로 상사지원인식은 혁신행동에 대해서 유의한 정(+)의 효과를 보였고, 직관적 문제해결 스타일과 혁신행동 간에 유의한 조절효과를 보인 반면에 체계적 문제해결 스타일과 혁신행동 간 관계에 대해서 유의한 조절효과를 보이지 않았다. 이상의 결과를 놓고, 이론적 그리고 실무적 함의점에 대해서 논의하였다.


As the competition among the firms, the conventional way of firms became useless for the competition and tried to search for innovation. In pursuing innovation, firm realized that firms' innovation starts from individual members' behaviors and created the concept of innovative behavior. Innovative behavior draw lots of attention and a large number of studies has been conducted up to now. Recent Kwon & Kim's (2020) literature review on innovative behavior showed little attention to individual trait like personality. In this background, our study shortly reviewed on the studies about the relationship between personal trait and innovative behavior and set the direction of this study.
After short review, we found that there is not a few studies about the relationship between personality and innovative behavior but little about the relationship between innovative behavior and the personal traits except personality. So we focused on the problem solving style which drew the attention as antecedents of innovative behavior at early stage of research on innovative behavior and core self-evaluation which are suggested relatively recently and very limitedly studied as the antecedents of innovative behavior. The studies on personal traits pay attention not only to their effects on consequences but also to the relevant situation that can activate the relationship between trait and trait relevant behavior following trait activation theory. In the vein, we also considered in the supervisory support as the potential moderating variables on the relationship between problem solving style and innovative behavior.
For the empirical test, we collected data from the 228employees belong to Chinese public companies with survey and analyzed the relationship with hierarchical regression analysis. First, only intuitive problem solving style except systematic problem solving style showed significant positive effect on innovative behavior. Second, in the case of core self-evaluation, its main effect on innovative behavior was supported but none of its moderating effects on the two path from problem solving style to innovative behavior. Last, in the case of supervisory support, its main effect on innovative behavior was supported and the moderating effect on the path from intuitive problem solving style to innovative behavior was supported. On these results. We discussed the theoretical and practical implications.

KCI등재

5눈에는 눈 이에는 이? 비인격적 감독에 있어 상사에 대한 부하의 연민과 용서

저자 : 이환우 ( Lee Hwan Woo )

발행기관 : 한국인적자원관리학회 간행물 : 인적자원관리연구 28권 1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79-102 (2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의 목적은 귀인이론에 근거하여 비인격적 감독을 상사 탓으로 돌리는 부하의 경우 상사에 대한 분노와 공격성이 강화될 것이고, 자신의 탓으로 돌리는 부하는 비인격적 대우를 당함에도 불구하고 상사에 대한 연민의 감정과 용서의 행동에 긍정적일 것임을 실증적으로 검증하는데 있다. 비인격적 감독이라는 자극에 반응하는 부하직원의 감정과 행동을 귀인이론의 핵심인 사건(비인격적 감독)의 원인에 대한 파악과 연관 지어 이해하는데 그 의의가 있다. 따라서 본 논문은 부하가 자신에게 가해진 비인격적 대우의 원인을 어디로 돌리는 지에 관한 귀인의 대상이 어떻게 부하의 다양한 감정과 반응에 영향을 줄 수 있는지에 관한 조절된 매개 연구모형을 테스트하였다. 329명의 설문 응답을 분석한 결과, 비인격적 감독이 상사에 대한 연민을 통해 상사에 대한 용서와 간접적으로 관련이 있다는 것을 발견했다. 또한 자기귀인이 상사에 대한 연민을 통해 상사에 대한 용서로 이어지는 간접 영향을 조절함을 발견했다. 본 논문의 연구결과는 비인격적 감독으로부터 기인하는 부하의 다양한 감정과 행동의 관계를 밝히며, 특히 부하의 상사에 대한 연민과 용서라는 새로운 개념을 검증한 점에서 이론적 시사점을 제공한다. 이상의 결과와 시시점을 바탕으로 본 연구는 비인격적 감독의 피해자중 왜 일부는 침묵하고 일부는 그렇지 않은지에 대한 이유와 메커니즘을 보여줌으로써 비인격적 감독 연구 분야에 기여한다.


Based on the atturibution theory,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show that subordinates who attribute abusive supervision to supervisors will strengthen their anger toward supervisor and supervisor-directed aggression, but those who attribute it to themselves will be positive in their sympathy and forgiveness for supervisor. It is meaningful to understand the emotions and behaviors of subordinates who respond to the stimulus of abusive supervision in relation to the understanding of the cause of events (abusive supervision), which is the core of attribution theory. Thus, we tested a moderated mediation model predicting various feelings and reactions given the attribution targets of abused subordinates. Using the survey responses of 329 participants, this study found that perception of abusive supervision was positively related to forgiveness for supervisor through its association with sympathy for supervisor. We also found that self-directed attribution moderated the indirect effects for forgiveness for supervisor through the sympathy for supervisor. Our results demonstrate the relationship between various emotions and behaviors of subordinates resulting from abusive supervision, and provide theoretical implications, especially in testing the novel idea of subordinates' sympathy and forgiveness for supervisors. Based on our results and implications, this study contributes to the field of abusive supervision research by showing the reason and mechanism for why some recipients of abuse are silent but others not.

KCI등재

6리더 겸손이 구성원의 지식공유에 미치는 영향 - 리더에 대한 충성도의 매개역할과 리더 전문성의 조절역할 -

저자 : 장은지 ( Jang Eun Ji ) , 손승연 ( Son Seung Yeon )

발행기관 : 한국인적자원관리학회 간행물 : 인적자원관리연구 28권 1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103-122 (2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환경의 급격한 변화와 치열한 경쟁 속에서 조직이 생존과 번영을 위해 확보해야 하는 경쟁 우위의 원천으로서 구성원의 지식공유를 촉진하는 요인을 밝히는 데 주목하였다. 특히 선행연구에서 효과성이 확인된 리더 겸손이 구성원의 자발적이면서 희생적인 행동이라 할 수 있는 지식공유를 증진시킬 수 있을 것으로 예측하였다. 그러나 리더 겸손과 지식공유 간의 연구 관심 부족과 함께 리더 겸손의 영향력 과정 및 이를 조절하는 요인에 대한 이해는 제한적이다. 이를 극복하기 위해 본 연구는 다음의 세 가지 연구 목적을 가지고 수행되었다. 첫째, 리더 겸손과 구성원의 지식공유 간의 정(+)적인 관계를 검증하여 지식공유에 대한 리더 겸손의 효과성을 나타내고자 하였다. 둘째, 리더 겸손의 영향력 과정을 보다 구체적으로 알아보기 위하여 리더에 대한 충성도의 매개 역할을 확인하고자 하였다. 셋째, 리더 겸손의 영향을 조절할 수 있는 요인으로 리더 전문성을 선정하여 리더 겸손이 미치는 효과의 역동성을 이해하고자 하였다. 가설 검증을 위하여 해군 간부를 대상으로 상사-부하 196쌍의 자료를 확보한 후, 위계적 다중 회귀분석 및 SPSS macro를 활용하여 분석하였다. 분석결과, 리더 겸손은 구성원의 지식공유에 정(+)적인 영향을 미쳤으며, 리더에 대한 충성도가 매개역할을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리더 겸손이 리더에 대한 충성도에 미치는 영향을 리더 전문성이 조절하는 것으로 확인되었는데, 구체적으로 리더 전문성이 높을수록 정(+)적인 효과가 더 강하게 나타났다. 나아가 리더 겸손이 리더에 대한 충성도를 매개로 지식공유에 이르는 영향도 리더 전문성이 높을수록 더 강한 것으로 확인되었다. 본 연구는 구성원의 지식공유를 높일 수 있는 리더십 유형으로 리더 겸손의 가치를 확인하였으며, 리더에 대한 충성도의 매개효과 및 리더 전문성의 조절효과를 실증하였다. 이를 통하여 기존 문헌에 관련 지식을 확장하는 이론적 기여를 하고 있다. 또한 조직의 경쟁력을 높일 수 있는 구성원의 지식공유를 증진하기 위하여 리더십 관련 교육 및 훈련 프로그램 개발, 인사 배치 등 인적자원관리 차원에서 실무적 시사점을 제공한다.


This study examined the factor that promote the subordinate's knowledge sharing as a source of competitive advantage of organizations. This study was conducted with the following three research objectives. First, we would like to present the value of leader humility that promotes knowledge sharing by empirically confirming that relationship. Second, we investigated the mediating role of the loyalty to supervisor in the impact of leader humility on knowledge sharing. By doing so, we would like to find the specific process of influence of leader humility. Third, we examined the boundary conditions of leader humility effects by checking leader expertise as a factor that can control the impact of leader humility. A survey was collected data from military members in the Navy, Republic of Korea. A total of 196 matched dyadic data was used for analysis. Major findings of the study are as follows. First, based on the social exchange theory, the results showed the positive relationship between leader humility and knowledge sharing. Through this, we demonstrated the leadership function of leader humility. Second, based on social exchange theory and implicit leadership theory, the effect of leader humility on knowledge sharing was mediated by subordinates' loyalty to supervisor. This results provided a lesson on why leaders should show humility to increase employee's knowledge sharing. Finally, this results supported the moderated mediation hypothesis, verifying that the magnitude of the indirect effect was changed by the level of leader expertise. This suggests that leaders need to be both humble and competent to be effective. In the last section, we discuss the limitations and the future direction of the study.

1
권호별 보기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 | | |
1연안해역에서 석유오염물질의 세균학적 분해에 관한 연구

(2006)홍길동 외 1명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해당 간행물 관심 구독기관

연세대학교 고려대학교 중앙대학교(서울) 경희대학교 건국대학교
 133
 99
 96
 75
 67
  • 1 연세대학교 (133건)
  • 2 고려대학교 (99건)
  • 3 중앙대학교(서울) (96건)
  • 4 경희대학교 (75건)
  • 5 건국대학교 (67건)
  • 6 한양대학교 (46건)
  • 7 성균관대학교 (43건)
  • 8 부산대학교 (41건)
  • 9 서울대학교 (40건)
  • 10 한국기술교육대학교 (38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