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한국어류학회> 한국어류학회지

한국어류학회지 update

Korean Journal of Ichthgology

  • : 한국어류학회
  • : 수해양분야  >  수산생물학
  • : KCI등재
  • :
  • : 연속간행물
  • : 계간
  • : 1225-8598
  • : 2288-3371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1권1호(1989)~33권2호(2021) |수록논문 수 : 1,413
한국어류학회지
33권2호(2021년 06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서해안 독립 하천 대천천에서 납자루 Tanakia lanceolata (♀)와 한강납줄개 Rhodeus pseudosericeus (♂)의 자연 속간잡종 출현

저자 : 김용휘 ( Yong Hwi Kim ) , 성무성 ( Mu Sung Sung ) , 윤봉한 ( Bong Han Yun ) , 방인철 ( In-chul Bang )

발행기관 : 한국어류학회 간행물 : 한국어류학회지 33권 2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45-56 (1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납자루 Tanakia lanceolata와 한강납줄개 Rhodeus pseudosericeus간의 속간잡종으로 추정되는 수컷 1개체를 서해안 독립 하천인 보령 대천천에서 채집하였다. 해당 속간잡종 개체의 명확한 기원을 판별하기 위하여 형태학적 및 분자계통학적 분석을 수행하였다. 형태학적 분석 결과, 속간잡종 개체의 등지느러미 앞쪽 상단과 뒷지느러미 가장자리의 색상, 등과 배 쪽 색상 등은 납자루의 형태적 특징을 따랐으며, 미병부 중앙에 파란색 체측종대가 존재하는 점, 측선이 불완전한 점, 입수염이 없는 점 등은 한강납줄개의 형태적 특징을 따랐다. 또한, 미토콘드리아 DNA의 cytb 유전자 분석 결과, 속간잡종 개체는 납자루와 99.82~100%의 염기서열 유사도를 나타내어, 모계 종은 납자루로 판단되었다. 핵 DNA의 rag1 유전자 분석 결과, 속간잡종 개체는 납자루와 한강납줄개 간의 단일염기다형성 부위 (38 bp)를 모두 반영하는 double peaks 양상을 나타내어, 부계 종은 한강납줄개로 판단되었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 분석한 납자루아과 자연잡종 추정 개체는 암컷 납자루와 수컷 한강납줄개 간의 속간잡종으로 판명되었다.


A male, presumed to be an intergeneric hybrid between Tanakia lanceolata and Rhodeus pseudosericeus, was collected in the Boryeong Daecheoncheon Stream flowing into the Yellow Sea in the Republic of Korea. Morphological and molecular phylogenetic analyses were performed to discriminate the definite origin of the estimated natural hybrid. As a result of the morphological analysis, the color of the dorsal and anal fin rays edges of the natural hybrid individual, the upper and lower body colors followed the morphological characteristics of T. lanceolata, and that blue longitudinal stripe in the center of the caudal peduncle, the incomplete lateral line, and the barbels absent followed the morphological characteristics of R. pseudosericeus. In addition, as a result of the cytochrome b (cytb) gene analysis of mitochondrial DNA (mtDNA), the natural hybrid showed a nucleotide sequence similarity of 99.82 to 100% with T. lanceolata, and the maternal species was identified as T. lanceolata. As a result of the recombination activating gene 1 (rag1) gene analysis of nuclear DNA (nDNA), the natural hybrid showed double peaks pattern reflecting both the single nucleotide polymorphism sites (38 bp) between T. lanceolata and R. pseudosericeus, and the paternal species was identified as R. pseudosericeus. Therefore, a natural hybrid estimated male of Acheilognathinae analyzed in this study was found to be an intergeneric hybrid between a female T. lanceolata and a male R. pseudosericeus.

KCI등재

2떡붕어, Carassius cuvieri (Cypriniformes: Cyprinidae)의 난발생 및 자치어 형태발달

저자 : 박재민 ( Jae-min Park ) , 한경호 ( Kyeong-ho Han )

발행기관 : 한국어류학회 간행물 : 한국어류학회지 33권 2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57-63 (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경북 낙동강에 서식하는 떡붕어의 초기생활사를 관찰하여 근연종과 차이점을 확인하기 위해 분류학적 기초자료를 확보하고자 하였다. 떡붕어 암컷의 산란량은 30,400~44,900개 (37,650±7,250개) 정도였다. 난의 형태는 원형으로 크기는 1.24~1.37 mm (1.31±0.04 mm, n=30)였다. 수정란은 수온 21℃에서 부화까지 110시간이 소요되었다. 부화 직후의 난황자어는 전장 4.69~5.65 mm (5.15±0.31 mm, n=10)로 입과 항문은 열려있지 않았고 난황을 가지고 있었다. 부화 후 3일째 전기자어는 전장 6.27~6.70 mm (6.59±0.08 mm, n=10)로 난황 흡수가 완료되면서 먹이를 섭취하였다. 부화 후 10일째 후기자어는 전장 8.71~8.92 mm (8.81±0.07 mm, n=10)로 꼬리지느러미 말단 끝부분이 45°로 휘어졌다. 부화 후 42일째는 전장 15.1~16.8 mm (15.8±0.57 mm, n=10) 각 부위별 지느러미 기조 수 (등지느러미 ⅲ17개, 뒷지느러미 ⅲ4개)가 정수로 도달하면서 치어기로 이행하였다.


This study was carried out to clarify the egg, larvae and juveniles development of Carassius cuvieri in Nakdong River, Gyeongbuk. The amount of spawning of female C. cuvieri was about 30,400~44,900 (average 37,650±7,250). The egg shape was circular and the size was 1.24~1.37 mm (average 1.31±0.04 mm, n=30). At 100 hours after fertilization, more than of the total embryos were hatched. The newly hatched larvae had an 4.69~5.65 mm in total length (average 5.15±0.31 mm, n=10) and had egg yolk in the abdomen. At 3 days after hatching, the preflexion larvae absorbed all egg yolk was 6.27~6.70 mm in total length (average 6.59±0.08 mm, n=10). On the 10 days after hatching, the postflexion larvae were 8.71~8.92 mm in total length (average 8.81±0.07 mm, n=10), and the tip of the caudal fin was bent at 45°. On the 42 days after hatching, the total length of 15.1~16.8 mm (average 15.8±0.57 mm, n=10) was transferred to juvenile as the number of fins was (iii17 dorsal fins, iii4 anal fins) reached a constant number of each part.

KCI등재

3한국 주변해역에서 대형선망으로 어획한 고등어 (Scomber japonicus)의 성장과 연령구조 연구

저자 : 정경미 ( Kyung-mi Jung ) , 김희용 ( Heeyong Kim ) , 강수경 ( Sukyung Kang )

발행기관 : 한국어류학회 간행물 : 한국어류학회지 33권 2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64-73 (1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2015년 1월부터 12월까지 한국 주변해역에서 대형 선망어업으로 어획된 고등어의 성장과 연령구조를 분석하였다. 연령분석을 위해 총 459개의 이석이 사용되었고, 가랑이체장의 범위는 19.6~46.0 cm였다. 연령은 투명대의 수, 채집일, 이석 가장자리 형태, 1월 1일의 명목생일에 대한 정보를 이용하여 판독하였다. 윤문은 고등어의 산란시기인 5월에 형성되었다. 연령은 0세부터 6세까지 추정되었고, von Bertalanffy 성장식은 성별 간 유의한 차이가 나타나지 않았다. 암컷과 수컷을 모두 합한 성장식은 FLt=39.3×{1- exp[- 0.90×(t+0.033)]}으로 도출되었다. 2015년 대형선망 어획물의 연령구조를 살펴본 결과, 2세군의 어획비율이 30.9%로 가장 높았고, 0~2세군은 전체 어획물의 88.5%로 대부분을 차지하였다.


We examined the growth and age structure for chub mackerel caught by a large purseseine in the Korean waters from January to December 2015. A total of 459 specimens were used for otolith analysis, ranging from 19.6 cm to 46.0 cm in fork length. Translucent zone was regarded as an annual mark, and age was counted using the information of the number of translucent zone, capture date, edge type of the otolith and nominal birthdate of 1 January. Annuli in otoliths were mainly formed in May, coinciding with the spawning season. Estimated ages were 0~6 years, and the von Bertalanffy growth models were not significantly different between male and female. Sex-combined growth model was obtained as FLt=39.3×{1 - exp[ - 0.90×(t+0.033)]}. Among the chub mackerel caught in 2015, the age 2 group had the highest proportion (30.9%), and the age 0 to 2 group accounted for 88.5% of the total catch.

KCI등재

4멸종위기어류 열목어 Brachymystax lenok tsinlingensis (Pisces: Salmonidae)의 분포현황과 서식지 특징, 멸종위협 평가

저자 : 고명훈 ( Myeong-hun Ko ) , 최광식 ( Kwang-seek Choi ) , 한미숙 ( Mee-sook Han )

발행기관 : 한국어류학회 간행물 : 한국어류학회지 33권 2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74-83 (1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우리나라의 멸종위기어류 열목어 Brachymystax lenok tsinlingensis의 분포양상 및 서식지 특징, 멸종위협 등급을 평가하기 위해 분포조사를 2015년과 2019년에 실시하였다. 출현기록은 1990년 이전, 1997~2006년, 2000~2011년, 2010~2019년으로 나누어 정리하였다. 분포조사는 모두 150개 지점을 조사하여 67개 지점에서 542개체를 확인하였는데, 내린천 (11개 지점), 오대천 (11개), 북천 (10개), 방태천 (8개), 송정리천 (4개), 수입천 (3개), 인북천 (3개), 현동천 (3개) 등의 순으로 지점수와 개체수가 많았다. 열목어의 주 서식지는 고도가 400m 이상으로 높은 하천 상류로 유폭 4~20 m, 수심 1~2m이며 큰돌의 비율이 70~80%로 높은 곳이었다. 감소 및 위협요인은 하천정비공사, 저수지 및 교량 건설, 오염수 배출, 여름철 피서객 유입, 보 등이었다. 멸종위협 등급을 IUCN 평가기준 (A, B)에 따라 평가했을 때, 2000~2011년 대비 서식지 감소율 (20.7%), 출현범위 (7,732 km2), 점유면적 (268 km2), 단절된 지소수 (15개), 서식지 질 하락 등을 근거로 근접한 취약 (Near meets VU A2acd, B1b (i,ii,iii)+B2b (i,ii,iii))으로 나타나 최종 “준위협종(Near Threatened, NT)”으로 평가되었다.


Distribution status, habitat characteristics, and extinction threat evaluation of the endangered species, Brachymystax lenok tsinlingensis were investigated in 2015 and 2019. Historical distribution reports of B. l. tsinlingensis were divided into before 1990, 1997~2006, 2000~2011, and 2010~2019. Among the 150 sampling sites investigated during the study period, number of individuals of B. l. tsinlingensis were collected 542 individuals from 67 sites. The streams inhabited of B. l. tsinlingensis were Naerincheon (11 stations), Odaecheon (11 stations), Bukcheon (10 stations), Bangtaecheon (8 stations), Songjeongricheon (4 stations), Suipcheon (3 stations), Inbukcheon (3 stations), Hyeondongcheon (3 stations) etc. The main habitat of B. l. tsinlingensis was upstream of the river with a high altitude of more than 400 m, 4~20 m water flow width, 1~2 m water depth, and high ratio (70~80%) boulder bottoms. The main reasons for the decline in population size were assumed as river works, construction of reservoirs and bridges, discharge of contaminated water into the river, the inflow of summer vacationers, and weir. Compared to our results there exists evidence that states a 20.7% reduction in occupancy within 10 years, in a small appearance range (7,732㎢) and occupancy area (268㎢), number of disconnected locations (15 locations), and a decline in habitat quality. Therefore, B. l. tsinlingensis is now considered as Near Threatened (NT) based on the results (Near meets VU A2acd, B1b(i,ii,iii)+B2b(i,ii,iii)) of IUCN Red List categories and criteria.

KCI등재

5국립공원 3개 저수지에 서식하는 생태계교란 어종의 서식양상과 먹이생물, 어류상에 미치는 영향

저자 : 박승철 ( Seung-chul Park ) , 이광열 ( Kwang Yeol Lee ) , 최광식 ( Kwang-seek Choi ) , 한미숙 ( Mee-sook Han ) , 고명훈 ( Myeong-hun Ko )

발행기관 : 한국어류학회 간행물 : 한국어류학회지 33권 2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84-94 (1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국립공원 내 생태계교란 어종 배스와 블루길의 도입에 따른 영향을 파악하기 위해 2020년 금계지, 삼가지, 내장지에서 조사를 실시하였다. 금계지에서는 7과 11종 1,221개체가 채집되었고, 배스는 우점종 (96.3%), 블루길은 소수 (0.3%) 서식하고 있었고, 배스는 주로 밀어 (IRI, 37.2%)와 잠자리목(25.6%), 뱀잠자리목 (11.6%), 배스 (7.0%) 등을 섭식하였다. 삼가지에서는 5과 10종 854개체가 채집되었고, 배스는 우점종(60.8%)으로 주로 새우류 (33.6%)와 잠자리목 (34.4%), 밀어(21.2%), 피라미 (6.1%) 등을 섭식하였다. 내장지에서는 7과 13종 1,075개체가 채집되었고, 블루길은 우점종 (38.1%), 배스는 우세종 (9.5%)으로 나타났으며, 블루길은 주로 물벼룩류 (IRI, 77.5%)와 파리목 (9.8%), 새우류 (4.0%) 등을 섭식하였고 배스는 주로 밀어 (73.3%)와 새우류 (21.2%) 등을 섭식하였다. 금계지와 삼가지의 배스는 10여 년 전에 도입된 것으로 추정되고, 도입 이후 대부분의 어류는 개체수가 급격히 감소하였다. 내장지의 블루길은 20여 년 전에 도입된 것으로 추정되며, 도입 이후 상대풍부도가 점점 증가하여 40%대에 도달하였고, 배스는 5~6년 전에 도입되었고 도입 이후 자생 어류의 종수와 개체수가 급격히 감소하였다. 마지막으로 국립공원 내 배스와 블루길의 서식현황 및 관리방안에 대해서 논의하였다.


This study was conducted to elucidate the impact of invasive species, Micropterus salmoides and Lepomis macrochirus in Geumgyeji, Samgaji and Naejangji reservoirs of National Parks, Korea in 2020. In the Geumgyeji, 1,221 individuals of 11 species in 7 families were collected including M. salmoides (relative abundance, 96.3%) and L. macrochirus (0.3%), M. salmoides fed mainly on Rhinogobius brunneus (IRI, 37.2%), Odonata (25.6%), Megaloptera (11.6%), and M. salmoides (7.0%). In the results of Samgaji showed that 854 individuals of 10 species in 5 families were collected including M. salmoides (60.8%), and M. salmoides fed mainly on Decapoda (shrimp, 33.6%), Odonata (34.4%), R. brunneus (21.2%), and Zacco platypus (6.1%). In the Naejangji showed that 1,075 individuals of 13 species belonging to 7 families were collected including L. macrochirus (38.1%) and M. salmoides (9.5%), and L. macrochirus fed mainly on Branchiopoda (77.5%), Diptera (9.8%), Decapoda (4.0%) and M. salmoides fed mainly on R. brunneus (73.3%), Decapoda (21.2%). M. salmoides of Geumgyeji and Samgaji were apparently introduced more than a 10 years ago. The fish population declined rapidly since the introduction of M. salmoides. L. macrochirus of Naejangji was introduced more than 20 years ago, which increased its relative abundance to 40%. M. salmoides was introduced five to six years ago, and the fish species and population declined rapidly since the introduction of M. salmoides. Finally, we discussed the inhabitat status and management of M. salmoides and L. macrochirus in the National Park.

KCI등재

6강원도 고성연안에서 정치망으로 채집된 어류 종조성과 군집구조

저자 : 이수정 ( Soo Jeong Lee ) , 양재형 ( Jae-hyeong Yang ) , 서영일 ( Young Il Seo ) , 김진구 ( Jin-koo Kim )

발행기관 : 한국어류학회 간행물 : 한국어류학회지 33권 2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95-106 (1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에서는 남한측 동해 최북단인 강원도 고성군에서 2년간 (2018~2019년) 매월 정치망을 이용하여 어류 종조성을 확인하였으며, 과거 연구와의 비교를 통해 동해 해양환경과 어류상 간의 관계를 확인하고자 하였다. 조사기간 동안 총 77개 분류군이 어획되었으며, 이 중에서 75개 분류군이 종 수준까지 확인되었다. 우점하는 분류군은 참복과, 가자미과 등이었으며, 우점종은 도루묵, 전어, 쥐치, 말쥐치, 전갱이 등이었다. 표층수온은 과거에 비해 겨울철 및 봄철에는 지속적으로 상승하였고, 봄철 어류 종조성은 과거 한류성 어종에서 최근 난류성 어종으로 변화한 것으로 확인되었다. 본 연구에서는 이전 연구보다 참복과 어류의 종 다양성이 매우 높았는데, 이는 수온 상승과 함께 동해안으로 유입되는 참복과 어류의 양적인 증가와 관계가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어류 종조성에서는 과거 남부해역 (삼척, 강릉)의 종조성과 유사해졌으며, 월별 군집분석 결과에서는 한류성 어종이 우점하는 1~4월 그룹과 방어, 고등어가 우점하는 7~10월 그룹, 그리고 난류성 어종이 우점하는 5~6월, 11~12월 그룹으로 나뉘어져서 1년 중 8개월이 동해안으로 회유하는 난류성 어종들이 우점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장기간 난류성 어종들의 우점하는 경향은 북방한계선의 확장, 서식적수온대의 장기간 형성, 그리고 풍부한 먹이에 따른 결과로 생각된다. 따라서, 동해안으로 회유하는 난류성 어종들의 상업적인 이용방법 모색과 동시에 효율적인 자원관리 정책의 마련이 필요할 것으로 생각된다.


In order to understand the seasonal variations of species composition of fish in the Goseong, middle East Sea of Korea, we surveyed fish fauna using set net during 2 years. In this study, a total of 77 taxa belonging to 40 families were collected and 75 species were identified. The dominant family were Tetraodontidae and Pleuronectidae, and the dominant species were Arctoscopus japonicus, Konosirus punctatus, Stephanolepis cirrhifer, Thamnaconus modestus, and Trachurus japonicus. The results of the hierarchical clustering using the number of individuals of collected species showed that they are divided into three seasonal groups: Group A (Jan.~Apr.), Group B (May~Jun., Nov.~Dec.), Group C (Jul.~Oct.). The sea surface temperature (SST) was higher than the results of previous studies in winter and spring, and species composition in spring have changed from cold-water species to the warm-water species, recently. The species composition has become similar to the that of southern Gangwon-do regions (Samcheok and Gangneung) of the previous studies. The species diversity of family Tetraodontidae has increased, which is estimated to have an effect on increase in SST and the quantity of entering the East Sea. Therefore, we assumed that the change of species composition is related to the extension of northern distribution limits and survival temperature, and abundant preys. Therefore, it is necessary that an efficient resource management policy as well as the ways of commercially use of migratory warm-water fish, rapidly.

KCI등재

7한국산 종개속 (Barbatula) 어류의 유전적 다양성 특성 연구

저자 : 안정현 ( Jung-hyun An ) , 유정남 ( Jeong-nam Yu ) , 김병직 ( Byung-jik Kim ) , 배양섭 ( Yang-seop Bae )

발행기관 : 한국어류학회 간행물 : 한국어류학회지 33권 2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107-116 (1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우리나라에는 잉어목 Cypriniformes 종개과 Nemacheilidae에 속하는 종개속 (genus Barbatula) 어류로 종개 B. toni와 대륙종개 B. nuda의 2종이 서식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들은 최근 서식환경의 변화와 자연재해에 의한 인위적 도입 등으로 고유 분포역이 훼손되면서 종의 계통지리학적 경계의 붕괴가 우려되고 있다. 본 연구에서는 미토콘드리아 DNA 유전자의 Cytochrome b 염기서열에 근거한 유전자형 네트워크를 통해 유전적 다양성과, 한반도 주변의 종개속 어류를 포함한 계통 유연관계 분석을 통해 우리나라 종개속 어류의 분자계통학적 위치를 검토하였다. 그 결과 우리나라 종개와 대륙종개에서 각각 3개와 29개의 유전자형을 획득하였으며, 종개 그룹, 한강 대륙종개 그룹, 동해 대륙종개 그룹의 3개 단계통을 확인하였다. 각 그룹 간 변이사이트는 10~24%로 높은 유전자 변이율을 보였으며, 특히 동해 대륙종개 그룹은 한강 대륙종개 그룹이나 종개 그룹뿐만 아니라 중국, 일본, 러시아, 유럽의 종들과 독립적인 클러스터를 형성하고 있어 종 수준으로 분화했을 가능성을 시사하고 있다.


Two stone loaches (Nemacheilidae, Cypriniformes), Barbatula toni (Dybowski, 1869) and B. nuda (Bleeker, 1864), have been recognized in the Korean waters to date. Recently, due to indiscriminate artificial introduction as well as the change of their habitats induced by natural disasters, it seems to be concerned about the damage of species-specific geographic boundaries. We examined the genetic difference of two Korean Barbatula species by the haplotype network based on the Cytochrome b sequences of mitochondrial DNA and the phylogenetic relationships among them including Barbatula fishes occurring around the Korean peninsula. As a result, three and 29 haplotypes were obtained from B. toni and B. nuda, respectively, and totally three clades comprising “toni group”, “nuda hangang group”, and “nuda donghae group” were identified. The sequence variable sites among them was 10~24%, showing a difference of interspecific level. Phylogenetic relationships of the latter group, especially, forms an independent cluster discriminating with other two groups as well as the Chinese, Japanese, Russian, and European Barbatula species, suggesting the possibility of the specific level divergence.

KCI등재

8비공의 형태적 특징으로 재검토한 한국산 종개속 어류의 분포 특성

저자 : 안정현 ( Jung-Hyun An ) , 김병직 ( Byung-jik Kim ) , 배양섭 ( Yang-seop Bae )

발행기관 : 한국어류학회 간행물 : 한국어류학회지 33권 2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117-125 (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우리나라 주요 수계에서 채집된 총 1,366개체의 표본을 이용하여 비공 (nostrils)의 상태에 따라서 우리나라 종개속 어류2종의 분포 양상을 재검토하였다. 비공과 관련된 분류형질은 매우 안정적으로 전비공 (anterior nostril)과 후비공 (posterior nostril)이 분리된 상태와 서로 연접된 상태의 두 가지 형질상태가 관찰되었다. 양 비공이 서로 분리된 종개 (Barbatula toni)는 강원도 속초 이북의 동해로 유입되는 하천과 남한강 지류인 어곡천 및 경기도 안성천에 분포하는 반면, 양 비공이 서로 연접하는 대륙종개 (B. nuda)는 서·남해로 유입하는 임진강, 한강, 낙동강과 양양남대천에서 경북 울진군의 방율천에 이르는 동해 독립하천에 분포하였다. 특히, 어곡천과 강릉 연곡천의 경우 동일 수계 내에서 종개와 대륙종개가 함께 출현하여 주목되었다. 본 연구 결과는 한국산 종개속 어류의 분류학적 위치 규명 연구뿐 아니라 지역 어류상이나 어류 군집 분석 연구에 중요한 정보를 제공할 것으로 사료된다.


According to the character states of nostrils in the Barbatula species comprising 1,366 specimens collected from the major river system in Korea, distribution pattern of the two Korean Barbatula species was reviewed. The taxonomic character related to nostrils in Barbatula was very stable and two character states (widely separated and closely set) were observed in the present materials. B. toni (Dybowski, 1869) with widely separated nostrils distributes in the streams flowing into the East Sea north of Sokcho, Gangwon-do Province; Eogokcheon Stream, a tributary of Namhangang River; and Anseongcheon Stream, Gyeonggi-do Province, whereas B. nuda (Bleeker, 1864) with closely set occurs in most rivers flowing into the Yellow Sea including Nakdonggang River as well as in the Yangyangnamdaecheon Stream, Gangwon-do Province south to Bangyulcheon Stream, Gyeongbukdo Province, flowing into the East Sea as previously reported with some exception. Especially, both Barbatula species were co-occurred in the Yeongokcheon Stream, Gangwon-do Province and Eogokcheon Stream. The present results will provide a useful guide to study the regional fish fauna or fish community analysis as well as to clarify the taxonomical status of the Korean Barbatula species.

KCI등재

9덕유산국립공원의 어류상과 군집구조

저자 : 윤승운 ( Seung Woon Yun ) , 박종영 ( Jong Young Park )

발행기관 : 한국어류학회 간행물 : 한국어류학회지 33권 2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126-141 (1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2014년부터 2018년까지 덕유산국립공원 내 13개 지점에서 담수어류상을 조사한 결과 총 8과 21종 8,716개체의 어류가 확인되었다. 연도별 개체수는 각각 17종, 2,280개체, 17종 1,579개체, 17종 1,905개체, 17종 1,384개체, 15종, 1,568개체였다. 한국 고유종은 참종개 (Iksookimia koreensis), 쉬리 (Coreoleuciscus splendidus) 등 13종이 있었다. 원당천에서만 2종의 보호종이 확인되었는데, 2015년을 제외하고 지속적으로 천연기념물인 어름치(Hemibarbus mylodon)가 확인되었으며, 멸종위기 야생생물 1급 어류인 감돌고기 (Pseudopungtungia nigra)는 매년 꾸준히 관찰되었다. 외래종으로는 산천어 (Oncorhynchus masou masou)와 무지개송어 (Oncorhynchus mykiss) 2종이 구천동천에서 확인되었다. 우점종은 버들치 (Rhynchocypris oxycephalus), 아우점종 참갈겨니 (Zacco koreanus)로써 연도별 변화는 없었다. 덕유산국립공원의 어류 군집 구조는 조사 지점과 연도에 따라 달랐는데, 하천형태가 Aa 형인 상류에 위치한 조사시점 대부분은 군집분석 결과가 좋지 않은 반면 Bb 형을 포함한 중상류 지점은 더 나은 결과를 보였다. 분석결과 원당천에 위치한 조사지점들이 가장 높은 다양성과 안정적인 군집구조를 보여주었다. 지점별 유사도 분석 결과는 지점 간 거리보다는 서식지의 특성을 반영하여 4개의 그룹으로 나뉘었다. 덕유산국립공원의 깃대종인 금강모치 (Rhynchocypris kumgangensis)는 조사기간 동안 구천동천에서 지속적으로 관찰되었다. 기존 연구와 비교한 결과 12종이 확인된 2004년 조사에 비해서 종수는 증가하였으나, 22종이 채집된 2009년 조사에 비해서는 감소하였다.


Fauna of freshwater fish and community structure were investigated at 13 sites in the Deogyusan National Park, Korea from 2014 to 2018. During the period, a total of 8 families, 21 species, and 8,716 individuals of fishes were collected. The number of fish collected over the past five years from 2014 to 2018, were 17 species and 2,280 individuals, 17 species and 1,579 individuals, 17 species 1,905 individuals, 17 species and 1,384 individuals, and 15 species and 1,568 individuals, respectively. There were 13 Korean endemic species including Iksookimia koreensis and Coreoleuciscus splendidus, etc. Only in Wondangcheon Stream, two endangered species were identified, and Hemibarbus mylodon was collected continuously except in 2015, and Pseudopungtungia nigra was observed every year. And two exotic species such as Oncorhynchus masou masou and Oncorhynchus mykiss occurred in Gucheongdongcheon Stream sites. The dominant species was Rhynchocypris oxycephalus and the sub-dominant species was Zacco koreanus and there was no difference by year. The fish community structure of Deogyusan National Park was varied depending on the sites and the year. Most of the survey sites located upper stream where the river structure is Aa river type showed poor community analysis results. On the other hand, the upper-mid stream sites including the Bb type showed better results. As a result, the Wondangcheon Stream sites had the most diverse and stable community structure. Similarity dendrogram was divided into 4 groups, mainly reflecting the characteristics of the habitat. The flagship species of the Deogyusan National Park, Rhynchocypris kumgangensis, was constantly observed during the investigation period. Compared to the previous survey, the number of species increased from 2004 (12 species) and decreased from 2009 (22 species).

KCI등재

10한국 동해 독도에서 채집된 비늘베도라치과 (Chaenopsidae) 어류 첫기록종, Neoclinus chihiroe

저자 : 명세훈 ( Se Hun Myoung ) , 민원기 ( Won-gi Min ) , 우민수 ( Min-su Woo ) , 김윤배 ( Yun-bae Kim ) , 신진용 ( Jin Yong Shin ) , 박주면 ( Joo Myun Park )

발행기관 : 한국어류학회 간행물 : 한국어류학회지 33권 2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142-147 (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농어목 비늘베도라치과에 속하는 Neoclinus chihiroe 1개체 (52.5 mm SL)가 2020년 12월 9일 독도에서 잠수조사를 통해 처음 채집되었다. 이 종의 특징은 등지느러미 첫 번째 극조와 두 번째 극조 사이에 검은색 점을 가지고 있으며, 아가미 덮개 뒤편 위쪽에 검은색 점을 가지고 있었다. 이 종은 비늘베도라치과에 속하는 N. okazakii와 형태적으로 유사하였지만, 가슴지느러미 기부에 검은 점을 가지지 않는 점에서 구별된다. 이번 연구는 N. chihiroe의 국내 첫 출현을 보고하며 이 종의 새로운 국명은 '동해비늘베도라치'로 제안한다.


A single specimen (52.5 mm SL) of Neoclinus chihiroe, belonging to the family Chaenopsidae, was firstly collected from Dokdo, East Sea of Korea on 9 December 2020. This species was characterized by a black spot between the first and the second dorsal spines, and a black spot on upper part of opercular membrane. The species was morphologically similar to N. okazakii, but distinctly distinguished by pectoral fin base without a black dot. This study documents the first record of N. chihiroe in Korean waters and suggests the new Korean name 'Dong-hae-bi-neul-be-do-la-chi' for the species.

12
권호별 보기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