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국토지리학회> 국토지리학회지

국토지리학회지 update

The Geographical Journal of Korea

  • : 국토지리학회
  • : 사회과학분야  >  인문지리
  • : KCI등재
  • :
  • : 연속간행물
  • : 계간
  • : 1225-3766
  • :
  • :

수록정보
56권1호(2022) |수록논문 수 : 5
간행물 제목
56권1호(2022년 03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크리스탈러의 중심지이론 재검토

저자 : 구동회 ( Donghoe Koo )

발행기관 : 국토지리학회 간행물 : 국토지리학회지 56권 1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12 (1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논문의 목적은 크리스탈러의 중심지이론을 언급하고 있는 연구들에서 간과되거나 오인되고 있는 문제들을 재검토하는 것이다. 첫째, 중심지이론은 일관되게 정태적인 것으로 기술되어 왔으나, 크리스탈러는 정태적 관계와 동태적 과정을 모두 강조하였다. 둘째, 크리스탈러는 『남독일의 중심지』(1933)에서 “경제지리학적 문제를 해결하려면, 폰 튀넨의 『고립국』(1826)으로 되돌아가야 할 것이다”라고 썼을 뿐, 중심지이론의 가정에 관한 구체적인 언급을 하지 않았기에 다양한 형태의 전제나 가정이 제시되었다. 중심지이론은 공간에 대한 가정(등질공간)과 인간에 대한 가정(합리적 경제인)에 근거해 있다. 셋째, 크리스탈러는 시장원리, 교통원리, 행정원리 등 세 가지 중심지 배열원리를 제시하였다. 대부분 문헌에서 세 원리는 나란히 나열되어 있으나, 크리스탈러는 세 원리의 위계에 대하여 분명하게 언급하였다. 그의 최종적인 결론은 “시장원리가 일차적이고 주요한 분포법칙이라고 한다면, 교통원리와 행정원리는 이차적 편차를 일으키는 법칙에 불과하다”는 것이다.


The purpose of this paper is to reexamine the problems which have been overlooked or misunderstood in studies that refer to Christaller's Central Place Theory (CPT). First, the CPT has been consistently described as 'static,' but Christaller's theory emphasized both static relations and dynamic processes. Second, various forms of premises or assumptions were presented because Christaller did not specifically mention the assumptions of CPT in Die Zentralen Orte in Süddeutschland (1933), except that “the geographer must return to von Thünen's The Isolated State (1826).” The CPT is based on two categories of assumptions: assumptions about the land surface (homogeneous space), and assumptions about the population (rational economic man). Third, Christaller suggested three principles in the arrangement of the central places: the marketing principle, the transport principle, and the administrative principle. The three principles are listed side by side in most literature, but Christaller clearly mentioned the hierarchy of them. His final conclusion is that “the marketing principle is primary and chief law of distribution, and the transport and the administrative principles are only secondary laws causing deviations.”

KCI등재

2중국의 COVID-19 백신외교에 투영된 생명지정학

저자 : 백지혜 ( Ji-hye Baek ) , 박준홍 ( Jun Hong Park ) , 김희순 ( Heesoon Kim ) , 정희선 ( Heesun Chung )

발행기관 : 국토지리학회 간행물 : 국토지리학회지 56권 1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3-33 (2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에서는 미·중 패권경쟁의 맥락 속에서 소프트파워의 확대를 노리는 중국이 지정학적·지경학적 중요성을 갖는 개발도상국을 대상으로 COVID-19 백신 공급을 주도하고 있는 상황을 살펴보았다. 이를 통해 전 지구적 감염병 확산 상황에서 백신이 패권갈등의 양상을 변화시키는 생명지정학적 기제로 작동하고 있음을 확인하고, 소프트파워의 근간으로서 백신외교의 한계를 비판적으로 검토하였다. 중국이 일대일로 거점국가에 COVID-19 백신을 우선적으로 공급하고, 라틴아메리카에서 백신 공급의 조건으로 대만과의 단교를 요구한 것, 그리고 다자간 협의체에서 백신 수혜국을 통해 중국에 대한 지지 기반을 공고히 한 것 등은 중국이 백신을 공공재보다는 사적 재화로 활용하고 있음을 보여준다. 인도주의적 관점에서의 백신 공급이 아닌, 지정학적·지경학적 맥락에서 백신 공급 대상국을 선별하는 것은 소프트파워의 형성과 효과 지속에 한계로 작용할 수밖에 없으며, 나아가 중국의 소프트파워가 실질적 패권으로 전환되는 과정에서도 한계를 노정할 수밖에 없다. 중국 백신외교가 전 세계적 백신 수급의 불균형 상황에서 전개되었음을 고려할 때 글로벌 보건 거버넌스를 통한 보건안보협력이 요구되며, 이것이 생명지정학과 죽음의 지정학을 통해 발현된 생명소외현상을 극복하기 위한 근본적인 방안임을 인식할 필요가 있다.


This study examines how China is conducting COVID-19 vaccine diplomacy in developing countries in the context of the US-China rivalry for global hegemony. It aims to indicate that the COVID-19 pandemic and the supply of vaccines are acting as a biogeopolitical mechanism to change the pattern of hegemony conflicts. The state that COVID-19 vaccines have been used as private goods rather than public goods can be inferred from the cases of China's preferential supply of vaccines to countries based on the Belt and Road Initiative, its request to terminate diplomatic relations with Taiwan as a condition of supplying vaccines in Latin America, and the public support for China from recipient countries of vaccines in multilateral instruments. Selecting countries to supply vaccines in a geopolitical and geoeconomic context, rather than from a humanitarian point of view, will inevitably act as a limit to the formation of soft power, which also exposes limitations in the process of China's soft power being transformed into hegemony. Considering that China's vaccine diplomacy developed in connexion with the global imbalance in the supply and demand of COVID-19 vaccines, health and security cooperation through global health governance is required. It is furthermore necessary to recognize that this is a measure to overcome the alienation of life revealed by both biogeopolitics and necrogeopolitics.

KCI등재

3공간빅데이터 기반의 농촌지역 기초생활인프라 취약성 진단 연구

저자 : 장문현 ( Mun-hyun Jang ) , 이정록 ( Jeong-rock Lee )

발행기관 : 국토지리학회 간행물 : 국토지리학회지 56권 1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35-50 (1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국민의 일상생활에 필요한 생활편의시설을 원활히 공급하고, 기본적인 수요를 만족시키는 것은 공공정책의 주요 목표에 해당한다. 하지만 정부와 지자체의 노력에도 도시와 농촌 간의 격차는 여전히 크게 나타나고 있다. 한편에서는 기초생활인프라 최저기준의 충족을 위해 농촌거점을 중심으로 부족한 기초생활 지원시설을 우선적으로 확충할 것을 피력하고 있다. 이에 본 연구는 농촌 주민의 삶의 질과 밀접하게 연관된 기초생활인프라 시설물의 접근성에 관심을 두었으며, 공간빅데이터를 기반으로 농촌지역의 기초생활인프라 취약성을 진단하는데 궁극적인 목적이 있다. 기존의 행정적 편의 위주로 구획된 행정 경계의 한계를 극복하고, 미시적인 공간탐색 및 접근성 분석이 가능하도록 격자체계를 도입하였다. 더불어 농촌지역에 적합한 취약성 진단지수를 도출하여 사례지역에 적용하였다. 따라서 본 연구 결과는 농촌의 기초생활서비스가 취약한 지역을 개선하는 기초자료로서 그 활용성이 기대된다.


The main goals of public policy are to smoothly supply living convenience facilities necessary for people's daily life and to satisfy basic needs. However, despite efforts on the part of the central and local government, the gap between urban and rural areas still remains huge. On the other hand, emphasis has been made to prioritize meeting the shortage of support facilities for basic living by focusing on rural base areas to satisfy the minimum standards of basic living infrastructure. Therefore, the present study paid attention to the accessibility of basic living infrastructure facilities closely associated with the quality of life of rural residents, and ultimately aimed at diagnosing the vulnerabilities of basic living infrastructure in rural areas based on spatial big data. The study adopted a grid system so as to overcome the limitations of existing administrative district boundaries divided based on administrative convenience and to allow microscopic spatial exploration and accessibility analysis. Furthermore, the study derived a vulnerability diagnostic index befitting rural areas and applied it to the case area. Therefore, we look forward to the applicability of the research results as basic data for improving rural areas with vulnerable basic living services.

KCI등재

4경기도 개발제한구역 해제지역의 활용 내용 분석

저자 : 박지희 ( Jihee Park )

발행기관 : 국토지리학회 간행물 : 국토지리학회지 56권 1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51-65 (1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경기도 개발제한구역은 1개 시. 5개 군 그리고 73개 리 지역에 처음 지정되었고, 2019년 12월 기준으로 21개 시군지역에 이른다. 경기도 21개 시·군 개발제한구역 중 해제지역에 대한 해제목적과 활용내용을 해제 건수가 가장 많은 고양시와 남양주시, 중간규모 건수를 보이는 의왕시와 하남시 그리고 가장 적은 해제 건수를 나타낸 지역 중 하나인 수원시 등 총 5개 지역을 사례지역으로 비교·분석했다. 먼저 경기도 5개 시 지역의 해제 사유를 살펴보면, 고양시와 남양주시 경우는 각각 24건과 23건으로, 두 개시 지역이 전체 72건 중 65.3%인 47건이 이루어졌다. 이는 수원시, 의왕시, 하남시 등 3개 지역을 합한 25건 34.7%보다 많은 횟수를 보이며, 이후로도 꾸준히 해제된 것으로 볼 수 있다. 해제가 이루어지게 된 목적은 집단취락 우선 해제가 총 72건 중 25건 34.7%로 가장 높은 비율을 나타냈고, 다음으로 택지 및 공공택지 개발지구 관련 해제비율이 21건 29.2%였다. 다음으로는 소규모 단절 토지 및 경계선 관통대지 관련 해제 건수도 12건으로 16.7%에 이른다. 5개 사례지역의 경우를 살펴보면 결과적으로 택지 및 공공 택지 개발이나 집단 취락 우선 해제를 목적으로 가장 많은 해제가 이루어졌음을 확인할 수 있다.


The green belt areas in Gyeonggi province were designated in one city, five counties, and 73 lis, and as of December 2019, they reached 21 cities and counties. Among the green belt areas located in 21 cities and counties in Gyeonggi province, Goyang city and Namyangju city have the largest number of cancellations followed by Uiwang city and Hanam city, and Suwon city show the smallest number of cancellations of green belt areas. This paper aims to compare and analyze the reasons to be released from and how to use those green belt areas in five regions. First, among the five cities in Gyeonggi province, Goyang city and Namyangju city have the cancellation cases of 24 and 23 respectively, reaching 47 cases or 65.3% out of total 72 cases in Gyeonggi province. This is way above what three cities Suwon city, Uiwang city, and Hanam city are combined, 34.7% or 25 cases, which seems to have been steadily lifted. The reasons of the cancellation were the highest rate of 34.7% in 25 cases out of 72 cases with the prior cancellation of collective settlement, followed by 21.2% in 21 cases of cancellation related to housing sites or public housing development zones. Next, the number of cancellations related to small-scale disconnected land and border penetration sites was 12 cases, accounting for 16.7%. Looking at the five case areas, it is found that the most cancellations were made for the purpose of developing residential and public housing sites or prior cancellation of collective settlement.

KCI등재

5이념과 공간 : 주요 공간개발 사업을 대상으로 한 실증적 검토

저자 : 김준우 ( Junewoo Kim ) , 안영진 ( Young-jin Ahn )

발행기관 : 국토지리학회 간행물 : 국토지리학회지 56권 1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67-78 (1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념과 공간에 관한 연구는 국내외적으로 많지 않다. 이념이라는 개념 자체가 다의적으로 사용되어 왔다. 이 논문은 이러한 한계를 넘어서서 각종 개발사업의 공식 정책과 실제 의도 차이와 같은 논리적으로 명료한 개념을 제시하고자 하였다. 현재 우리나라에서는 각종 대형 공간개발 사업이 다양하게 진행되고 있다. 우리는 공식 정책과 실제 의도 간의 차이 그리고 정책 목표와 실제 결과 간의 차이를 이러한 공간개발 사업에 적용해 살펴볼 수 있다. 이와 관련하여 이 논문은 전문가 설문을 통한 조사를 분석하였다. 각종 공간개발 사업의 공식 정책과 실제 의도 간의 차이 그리고 정책 목표와 실제 결과 간의 차이를 연결하는 4개의 논리적 유형을 제시하고, 7개의 주요 공간개발 사업을 대상으로 이에 관한 견해를 물어 보았다. 실제 공간개발 사업의 결과가 공식 목표치에 미달하는 경우, 대체로 당초 잘못된 사업이었다는 것이 밝혀졌다. 공식 정책과 실제 의도가 달랐고, 또 결과적으로 실패했다고 평가된 대표적인 공간개발 사업은 4대강 사업과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이다. 부동산 투기를 매개로 한 부동산 성장 동맹론과 선거에서의 표를 대가로 삼는 사회통제 이론에 부합하는 응답이 주를 이루었다.


Ideology and space has not been actively researched both abroad and at home. Confusion around major concepts has been one of the major hurdles. The objective of this paper is to overcome this hurdle. Concepts are clarified, such concepts like the differences between official policies and real intentions. It is logically clarified and easy to use. Construction projects are all around South Korea. How intentions affect results is worth investigating as far as these projects are concerned. Survey research on experts are conducted. Answers were about 7 major construction projects in Korea and 4 logical types relating motives and results. Two theories are notably observed in responses. Growth machine theory emphasizing real estate speculation and social control theory concerning voting are the two. Failed projects due to policies not in line with real intentions are Four Major Rivers Project and real-estate policy of President Moon Jae-in.

1
권호별 보기
같은 권호 수록 논문
| | | | 다운로드

KCI등재

1크리스탈러의 중심지이론 재검토

저자 : 구동회 ( Donghoe Koo )

발행기관 : 국토지리학회 간행물 : 국토지리학회지 56권 1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12 (1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논문의 목적은 크리스탈러의 중심지이론을 언급하고 있는 연구들에서 간과되거나 오인되고 있는 문제들을 재검토하는 것이다. 첫째, 중심지이론은 일관되게 정태적인 것으로 기술되어 왔으나, 크리스탈러는 정태적 관계와 동태적 과정을 모두 강조하였다. 둘째, 크리스탈러는 『남독일의 중심지』(1933)에서 “경제지리학적 문제를 해결하려면, 폰 튀넨의 『고립국』(1826)으로 되돌아가야 할 것이다”라고 썼을 뿐, 중심지이론의 가정에 관한 구체적인 언급을 하지 않았기에 다양한 형태의 전제나 가정이 제시되었다. 중심지이론은 공간에 대한 가정(등질공간)과 인간에 대한 가정(합리적 경제인)에 근거해 있다. 셋째, 크리스탈러는 시장원리, 교통원리, 행정원리 등 세 가지 중심지 배열원리를 제시하였다. 대부분 문헌에서 세 원리는 나란히 나열되어 있으나, 크리스탈러는 세 원리의 위계에 대하여 분명하게 언급하였다. 그의 최종적인 결론은 “시장원리가 일차적이고 주요한 분포법칙이라고 한다면, 교통원리와 행정원리는 이차적 편차를 일으키는 법칙에 불과하다”는 것이다.

KCI등재

2중국의 COVID-19 백신외교에 투영된 생명지정학

저자 : 백지혜 ( Ji-hye Baek ) , 박준홍 ( Jun Hong Park ) , 김희순 ( Heesoon Kim ) , 정희선 ( Heesun Chung )

발행기관 : 국토지리학회 간행물 : 국토지리학회지 56권 1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13-33 (2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에서는 미·중 패권경쟁의 맥락 속에서 소프트파워의 확대를 노리는 중국이 지정학적·지경학적 중요성을 갖는 개발도상국을 대상으로 COVID-19 백신 공급을 주도하고 있는 상황을 살펴보았다. 이를 통해 전 지구적 감염병 확산 상황에서 백신이 패권갈등의 양상을 변화시키는 생명지정학적 기제로 작동하고 있음을 확인하고, 소프트파워의 근간으로서 백신외교의 한계를 비판적으로 검토하였다. 중국이 일대일로 거점국가에 COVID-19 백신을 우선적으로 공급하고, 라틴아메리카에서 백신 공급의 조건으로 대만과의 단교를 요구한 것, 그리고 다자간 협의체에서 백신 수혜국을 통해 중국에 대한 지지 기반을 공고히 한 것 등은 중국이 백신을 공공재보다는 사적 재화로 활용하고 있음을 보여준다. 인도주의적 관점에서의 백신 공급이 아닌, 지정학적·지경학적 맥락에서 백신 공급 대상국을 선별하는 것은 소프트파워의 형성과 효과 지속에 한계로 작용할 수밖에 없으며, 나아가 중국의 소프트파워가 실질적 패권으로 전환되는 과정에서도 한계를 노정할 수밖에 없다. 중국 백신외교가 전 세계적 백신 수급의 불균형 상황에서 전개되었음을 고려할 때 글로벌 보건 거버넌스를 통한 보건안보협력이 요구되며, 이것이 생명지정학과 죽음의 지정학을 통해 발현된 생명소외현상을 극복하기 위한 근본적인 방안임을 인식할 필요가 있다.

KCI등재

3공간빅데이터 기반의 농촌지역 기초생활인프라 취약성 진단 연구

저자 : 장문현 ( Mun-hyun Jang ) , 이정록 ( Jeong-rock Lee )

발행기관 : 국토지리학회 간행물 : 국토지리학회지 56권 1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35-50 (1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국민의 일상생활에 필요한 생활편의시설을 원활히 공급하고, 기본적인 수요를 만족시키는 것은 공공정책의 주요 목표에 해당한다. 하지만 정부와 지자체의 노력에도 도시와 농촌 간의 격차는 여전히 크게 나타나고 있다. 한편에서는 기초생활인프라 최저기준의 충족을 위해 농촌거점을 중심으로 부족한 기초생활 지원시설을 우선적으로 확충할 것을 피력하고 있다. 이에 본 연구는 농촌 주민의 삶의 질과 밀접하게 연관된 기초생활인프라 시설물의 접근성에 관심을 두었으며, 공간빅데이터를 기반으로 농촌지역의 기초생활인프라 취약성을 진단하는데 궁극적인 목적이 있다. 기존의 행정적 편의 위주로 구획된 행정 경계의 한계를 극복하고, 미시적인 공간탐색 및 접근성 분석이 가능하도록 격자체계를 도입하였다. 더불어 농촌지역에 적합한 취약성 진단지수를 도출하여 사례지역에 적용하였다. 따라서 본 연구 결과는 농촌의 기초생활서비스가 취약한 지역을 개선하는 기초자료로서 그 활용성이 기대된다.

KCI등재

4경기도 개발제한구역 해제지역의 활용 내용 분석

저자 : 박지희 ( Jihee Park )

발행기관 : 국토지리학회 간행물 : 국토지리학회지 56권 1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51-65 (1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경기도 개발제한구역은 1개 시. 5개 군 그리고 73개 리 지역에 처음 지정되었고, 2019년 12월 기준으로 21개 시군지역에 이른다. 경기도 21개 시·군 개발제한구역 중 해제지역에 대한 해제목적과 활용내용을 해제 건수가 가장 많은 고양시와 남양주시, 중간규모 건수를 보이는 의왕시와 하남시 그리고 가장 적은 해제 건수를 나타낸 지역 중 하나인 수원시 등 총 5개 지역을 사례지역으로 비교·분석했다. 먼저 경기도 5개 시 지역의 해제 사유를 살펴보면, 고양시와 남양주시 경우는 각각 24건과 23건으로, 두 개시 지역이 전체 72건 중 65.3%인 47건이 이루어졌다. 이는 수원시, 의왕시, 하남시 등 3개 지역을 합한 25건 34.7%보다 많은 횟수를 보이며, 이후로도 꾸준히 해제된 것으로 볼 수 있다. 해제가 이루어지게 된 목적은 집단취락 우선 해제가 총 72건 중 25건 34.7%로 가장 높은 비율을 나타냈고, 다음으로 택지 및 공공택지 개발지구 관련 해제비율이 21건 29.2%였다. 다음으로는 소규모 단절 토지 및 경계선 관통대지 관련 해제 건수도 12건으로 16.7%에 이른다. 5개 사례지역의 경우를 살펴보면 결과적으로 택지 및 공공 택지 개발이나 집단 취락 우선 해제를 목적으로 가장 많은 해제가 이루어졌음을 확인할 수 있다.

KCI등재

5이념과 공간 : 주요 공간개발 사업을 대상으로 한 실증적 검토

저자 : 김준우 ( Junewoo Kim ) , 안영진 ( Young-jin Ahn )

발행기관 : 국토지리학회 간행물 : 국토지리학회지 56권 1호 발행 연도 : 2022 페이지 : pp. 67-78 (1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념과 공간에 관한 연구는 국내외적으로 많지 않다. 이념이라는 개념 자체가 다의적으로 사용되어 왔다. 이 논문은 이러한 한계를 넘어서서 각종 개발사업의 공식 정책과 실제 의도 차이와 같은 논리적으로 명료한 개념을 제시하고자 하였다. 현재 우리나라에서는 각종 대형 공간개발 사업이 다양하게 진행되고 있다. 우리는 공식 정책과 실제 의도 간의 차이 그리고 정책 목표와 실제 결과 간의 차이를 이러한 공간개발 사업에 적용해 살펴볼 수 있다. 이와 관련하여 이 논문은 전문가 설문을 통한 조사를 분석하였다. 각종 공간개발 사업의 공식 정책과 실제 의도 간의 차이 그리고 정책 목표와 실제 결과 간의 차이를 연결하는 4개의 논리적 유형을 제시하고, 7개의 주요 공간개발 사업을 대상으로 이에 관한 견해를 물어 보았다. 실제 공간개발 사업의 결과가 공식 목표치에 미달하는 경우, 대체로 당초 잘못된 사업이었다는 것이 밝혀졌다. 공식 정책과 실제 의도가 달랐고, 또 결과적으로 실패했다고 평가된 대표적인 공간개발 사업은 4대강 사업과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이다. 부동산 투기를 매개로 한 부동산 성장 동맹론과 선거에서의 표를 대가로 삼는 사회통제 이론에 부합하는 응답이 주를 이루었다.

1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