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논문

Data Report>이슈논문

이슈 키워드 논문 TOP10

이슈논문
| | | | 다운로드

KCI등재

1장애인 재활운동 및 체육 지도자 양성을 위한 교육과정 개발

저자 : 강동헌 ( Dongheon Kang ) , 박지영 ( Jiyoung Park ) , 임승진 ( Seungjin Lim ) , 이금주 ( Kuem Ju Lee ) , 호승희 ( Seung-hee Ho ) , 은선덕 ( Seon-deok Eun )

발행기관 : 한국특수체육학회 간행물 : 한국특수체육학회지 28권 1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5-30 (1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델파이 조사를 통한 전문가 협의과정을 거쳐 지도자들이 필요한 지식 및 역량을 정립하여 장애인 재활운동 및 체육 지도자 양성을 위한 교육과정 개발의 전반적 방향을 모색하기 위한 목적으로 수행되었다. 장애인 재활운동 및 체육 관련 이해관계자 80명을 전문가 패널 범주에 포함시켰으며, 전문가의 의견을 수렴하는 방법인 델파이 조사를 총 2회에 걸쳐 실시하였다. 델파이 질문지는 장애인 재활운동 및 체육 지도자에게 필요한 지식 및 역량에 대한 내용으로 구성되었고 연구결과는 다음과 같다. 장애인 재활운동 및 체육 지도자 교육 과정 범주화를 위해 총 8가지 세부영역(체육 전반에 관한 지식, 인체의 해부학적 지식, 장애의 유형별 특성에 관한 지식, 운동 기능의 평가와 처방에 관한 지식, 운동지도에 관한 실무 지식 및 역량, 안전과 부상예방 및 대처에 관한 지식, 장애인 및 의료관계 법령에 관한 지식, 장애와 복지 관련 지식)으로 구성하여 교육과정을 최종 범주화하였다.


This study was conducted to find the overall direction of the development of curriculum for the training of rehabilitation sports instructors for the disabled by establishing the knowledge and competence required by the instructors through the expert consultation process through the Delphi survey. 80 stakeholders related to rehabilitation sports for the disabled were included in the expert panel category, and Delphi survey, which is a method to collect opinions of experts, was conducted twice in total. The Delphi questionnaire was composed of the contents about the knowledge and competence required for the rehabilitation exercise instructor for the disabled. The results of the study are as follows. For the categorization of courses for rehabilitation sports instructors with disabilities, the curriculum was finally categorized into eight detailed areas(Knowledge of Kinesiology in general, Knowledge of the Human Anatomy, Knowledge of the characteristics of each type of disability, Knowledge of evaluation and prescription of exercise functions, Knowledge of practical affairs and competence about exercise instruction, Knowledge of safety and injury prevention and response, Knowledge of disability and medical legislation, Knowledge of disability and welfare).

KCI등재

2태권도 자유 품새에 적용하기 위한 뛰어 앞차기 착지 동작의 상해 예방 전략

저자 : Sihyun Ryu

발행기관 : 한국운동역학회 간행물 : 한국운동역학회지 30권 1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37-49 (1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Objective: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the injury factors of Taekwondo jumping kick during landing phase according to the experience of injury and to suggest a stable landing movement applicable to free style Poomsae. Method: The participants were non-injury group (NG), n = 5, age: 20.5±0.9 years; height: 171.6 ±3.6 cm; body weight: 65.7±4.4 kg; career: 5.0±2.7 years. Injury group (IG), n = 9, age: 21.0±0.8 years; height: 170.9±4.6 cm; body weight: 67.1±7.0 kg; career: 8.6±5.0 years. The variables are impact force, loading rate, vertical stiffness, lower limb joint angle, stability, balance, and muscle activity in the landing phase. Results: NG was statistically larger than IG in the gluteus medius (p<.05). The impact force, loading rate and vertical stiffness decreased as the landing foot angle, the ROM of lower limb joint angle and COM displacement increased (p<.05). Conclusion: Based on the results, it means that the landing foot angle plays an important role in the impact reduction during landing phase. It is required the training to adjust the landing foot angle.

KCI후보

3고교 골프선수들의 스포츠 상해에 영향을 미치는 주요 요인 분석

저자 : 정영철 ( Jeong Young-cheol ) , 강병용 ( Kang Byung-yong ) , 이성노 ( Lee Sung-no ) , 이재구 ( Lee Jae-koo )

발행기관 : 대한체육학회(구 한국유산소운동과학회) 간행물 : 대한스포츠융합학회지(구 한국유산소운동과학회지) 18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239-251 (1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키워드 보기
초록보기

The goal of this study was to explore the main factors influencing golf injuries in male high school golfers. A total of 112 male high school golders were included in this study, and their injury rates were assessed according to body region. Also, the body regions of golf injuries were assigned to upper body including back of neck, shoulders, low back, chest, ribs, upper arm, elbow, fore arm, wrist and fingers, trunk including flank and hip, and lower body including thighs, ankles and toes, respectively. Our participants were categorized into the frequency of tournament participation, the frequency of practice sessions, the season of play and the quality of golf resort. All surveys were performed by the questionnaires developed by the researcher. The measured values were all described descriptively by percentages, with comparable differences of the distribution of golf injuries performed by using the x2-test. The results of this study were as follows. Although there was no significant association between the frequency of golf injuries and the quality of golf resort, the frequency of golf injuries was significantly influenced by the frequency of tournament participation, the frequency of practice sessions, and the season of play, respectively(p<.05). Nevertheless, the sample size is yet modest, and, thus further studies by using larger sample size and various subjects will be required to clarify the precise causative factors influencing golf injuries.

KCI등재

4형법상 상해개념과 정신적 장해

저자 : 윤상민 ( Yoon¸ Sang-min )

발행기관 : 한국법학회 간행물 : 법학연구 80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385-406 (2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형법에서 상해는 단순상해죄나 과실치상죄, 강도상해죄 등 결합범, 결과적 가중범인 각종 치상죄 등의 구성요건요소가 된다. 그런데 형법은 상해죄(제257조)의 구성요건을 ‘사람의 신체를 상해한자’로 규정하고 있어 상해죄의 객체인 신체에 정신이 포함되는지 해석상 논란이 될 수 있다. 다만 상해개념을 생리적 기능으로 이해할 경우에는 정신까지 포함될 수 있다. 이러한 이유로 우리나라는 다른 외국에 비하여 학설적으로 정신적 장해가 상해에 해당하는지 크게 논란이 되고 있지는 않다. 또한 대법원도 생리적 기능에 장애를 초래하는 것을 상해로 포섭하면서 생리적 기능에는 육체적 기능뿐만 아니라 정신적 기능도 포함되는 것으로 보고 있기 때문에 정신적 장해도 상해가 될 수 있음을 인정하고 있다. 대법원이 인정한 상해는 치료기간이 상당히 오래 걸리는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이다. 따라서 치료기간이 오래 걸리지 않는 일시적인 정신적 고통이나 공포·불안 등에 대해서는 어느 범위에서 상해를 인정할 수 있을 것인가 논란이 될 수 있다. 정신적 기능이 중요하게 여겨지는 요즘과 같은 시대에 이러한 문제가 빈번히 발생할 가능이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본 연구는 정신적 장애가 상해로 인정된다는 점을 전제로 하여 기존의 상해개념에 대해 각국의 논의와 우리나라의 논의를 알아본다. 그리고 이 개념논의를 통해 어느 범위에서 정신적 장해를 인정할 수 있는지 검토한다. 정신적 장해의 상해판단은 범죄로 인한 반응이 정신적 기능의 정상적인 작용으로 평가되는 것인지, 아니면 정신적 기능 자체에 장해가 생긴 결과인지를 구별하여 정신적 장해의 상해 해당성을 판단하는 것이 바람직할 것이다. 이와 같은 구별에 의하면, 예컨대 단순히 일시적인 불안이나 패닉, 공포 등이 발생한 경우는 원인에 따른 정신적 기능의 정상적인 작용이기 때문에 상해 해당성이 부정된다. 마찬가지로 일시적인 정신적 고통이나 스트레스를 받은 것만으로는 상해죄나 각종 치상죄가 성립하지 않는다. 그러나 정신적 고통이나 스트레스에 대해서도 지속적이라면 상해에 해당할 수 있다


In the criminal law, injury becomes a component and constituent of various crimes of bodily injury which is combined crimes and consequently aggravated crime such as crimes of the infliction of injury, professional negligence resulting in a bodily injury, robbery resulting in a bodily injury etc. However, criminal law regulates component in the Crimes of the Infliction of Injury (Article 257) as a ‘Person who inflicts an injury on human body’, which can be controversial for interpretation whether or not mental which is an object of crimes of the infliction of injury is included in human body. In case of understanding the concept of injury as physiological function, mental can be included. For the reason, unlike other foreign countries, whether or not mental disability falls under the purview of injury academically does not cause serious controversy in Korea. And the Supreme Court also includes causing disability on physiological function, considering that mental function as well as physical function is included in physiological function. For the foregoing reasons, the Supreme Court admits that mental disability can be an injury. Injury admitted by the Supreme Court is post-traumatic stress disorder that takes a considerable time for treatment. Therefore, for mental anguish, fear or anxiety that does not take long treatment period, in what range injury can be admitted may be controversial. In the age when mental function is deemed important, such an issue is expected to occur frequently. This study examines discussion of each country and Korea about existing concept of injury presupposing that mental disability is admitted as an injury. Through the discussion of the concepts, this study also examines in what range mental disability can be admitted. For judgment of mental disability as an injury, it would be desirable to judge the applicability of mental disability as an injury by distinguishing if a response caused by crimes is considered normal action of mental function, or mental function itself had a disability. According to the distinction, for example, occurrence of simply temporary anxiety, panic or fear is considered normal action of mental function depending on the causes, so applicability of injury is denied. Likewise, crimes of the infliction of injury or various crimes of bodily injury is not established only through temporary mental anguish or getting stressed. If mental anguish or stress goes on for a long time, however, it can be admitted as an injury.

KCI등재

5한국형 스포츠 부상불안 척도 개발 및 타당성 검증

저자 : 김범준 ( Beomjun Kim ) , 이동현 ( Donghyun Lee ) , 이지항 ( Jihang Lee ) , 최다희 ( Dahee Choi )

발행기관 : 한국체육학회 간행물 : 한국체육학회지 60권 1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121-133 (1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운동선수들의 부상불안 개념구조를 탐색하고, 규명된 부상불안 개념구조를 바탕으로 스포츠 부상불안 척도를 개발한 후 척도의 타당도를 검증하는 데에 목적이 있다. 2019년 대한체육회에 등록되어있는 서울·경기지역의 고등학생과 대학생 운동선수를 각 연구별 187명(연구1), 587명(연구2), 478명(연구3)을 대상으로 자료수집 및 분석하였다. 분석결과 연구 1 스포츠 부상불안 개념으로 일반영역 3개, 세부영역 11개로 분류되었다. 연구 2 탐색된 개념구조를 바탕으로 문항 제작 및 예비조사를 실시해 총 28개의 문항이 나왔으며, 탐색적 요인분석을 통해 다차원으로 구성된 총 2요인 11개 문항으로 개발되었다. 연구 3 개발된 스포츠 부상불안 척도는 최종적으로 2요인 10문항이 도출되었으며, 요인구조의 동일성을 측정하여 적합한 수치가 나타나 고등학생과 대학생 모든 집단에 스포츠 부상불안 척도를 공통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스포츠 부상불안 척도 개발을 통해 선수들의 부상에 대한 불안을 파악하여 부정적인 원인을 예방하는데 기여할 것이며, 부상으로 인한 심리적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도록 긍정적인 도움이 됨으로써 선수들의 개인 기량 및 경기력 향상을 도모할 것으로 판단된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explore the conceptual structure of sport injury anxiety, and develop the Korean version of sport injury anxiety scale (KSIAS: Korea Sport Injury Anxiety Scale). Data were collected from 187(Study1), 587(Study2), 478(Study3) participants who registered in highschool and college athletes participating team sports. Study 1 One hundred eighty seven highschool and college athletes participating team sports completed the open questionnaire. The conceptual structures were identified as three general concepts and eleven specific concepts. Study 2 A preliminary study and questionnaire generation were performed based on the above explored conceptual structure, and the total of 28 questions were delivered initially. Then, after the discussions with experts, a scale of 2 factor 11 questions was developed with an exploratory factor analysis. Study 3 the validity of the scale was examined by confirmatory factor analysis with the data. The results showed the factor structure is properly organized. Thus, 1 question was deleted for acceptable appropriateness resulting 10 total questions (5 cognitive, 5 physical). Finally, the identity of factor structure was acceptable suggesting the scale can be used for both highschool and college athletes. Development of sport injury anxiety scale can help prevent negative psychological influences by identifying the consequences of injury. This study will guide athletes to better conquest with an injury and to obtain optimal performance.

KCI등재

6마이너리티의 부상과 미국 지배담론의 분열-티파티운동과 커피파티운동을 중심으로-

저자 : 김미경 ( Meekyung Kim )

발행기관 : (사)아시아문화학술원 간행물 : 인문사회 21 10권 4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43-58 (1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연구의 목적은 미국 내 라티노의 수적 증가와 연관하여 티파티운동과 커피파티운동을 중심으로 미국 내 보수주의와 진보주의가 정치, 인종, 계급, 성 및 신앙의 관점에서 빚어낸 갈등을 분석함으로써 미국의 지배담론의 분열을 고찰하고 그 통합의 가능성을 예견해보기 위한 것이다. 본 연구의 배경은 2008년 흑인대통령인 오바마의 출현 이후 미국의 지배담론의 분열이 노골적으로 심화되고 있다는 점에 착안한다. 이와 같은 문제에 천착하여 본 연구는 기존에 발표된 문헌연구, 뉴스, 인터뷰 및 SNS 등을 활용하여 티파티운동과 커피파티운동을 비교·고찰한다. 본 연구의 결과 티파티운동은 작은 정부를 지향하는 재정적 보수주의로 알려져 있지만, 인종차별주의, 외국인 혐오주의, 이민 배척주의에 대해 공감대를 형성하고 있으며, 이에 반해, 커피파티운동은 티파티운동의 주요목표를 전면 거부하고, 성숙한 민주주의의 완성과 미국의 통합을 목표로 미국의 정치문화의 변화를 기도하고 있음이 밝혀졌다. 본 연구는 티파티운동과 커피파티운동을 중심으로 미국의 지배담론의 분열과 갈등의 양상을 비교·분석하고, 특히 커피파티운동을 최초로 학문적으로 접근하여 분석했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 그러나 향후 보다 구체적이고 이론적 프레임이 필요하다는 한계 성이 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analyze the conflicts between conservatism and liberalism in politics, race, class, sex, and faith in the United States, focusing on the Tea Party and the Coffee Party movements. It examines the divisions of American dominant discourse and anticipates the possibility of its integration. The background of this study is that the division of American domination discourse has been plainly intensified since the advent of Obama in 2008. This study compares the Tea Party Movements and the Coffee Party Movements based on analysis of existing literature, news, interview and SNS. As a result of this study, the Tea Party movements is known as financial conservatism for small government, but it forms a consensus on racism, Nativism and ethnocentrism. On the other hand, the Coffee Party movements has been found to reject the main goal of the Tea Party movements and pray for the change of US political culture with the aim of the completion of mature democracy and integration of the United States. In this study, it is meaningful to compare and analyze aspects of division and conflict in American domination discourse, especially the Tea Party movements and the Coffee party movements. In conclusion, although this study is meaningful in that it analyzed the Coffee Party movements for the first time by academic approach, it is necessary to form more specific and theoretical frame in the future.

KCI등재

7축구장 그라운드 형태가 전진 사이드 스텝 시하지의 근활성도에 미치는 영향

저자 : 이현빈 ( Hyun-been Lee ) , 임비오 ( Bee-oh Lim )

발행기관 : 한국스포츠정책과학원(구 한국스포츠개발원) 간행물 : 체육과학연구 30권 2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251-257 (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목적] 본 연구는 고등학교 남자 축구선수 15명을 대상으로 축구장 그라운드의 형태(천연잔디, 인조잔디, 맨땅)에 따른 전진 사이드 스텝 시 하지 근육(전경골근, 가자미근, 내비복근, 외비복근, 비골근)의 평균 근활성도의 차이를 규명하는 것이다. [방법] 본 연구의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서 하지의 5가지 근육(전경골근, 가자미근, 내비복근, 외비복근, 단비골근)에 전극을 부착하고, 최대수의적수축(%MVIC)를 3회 반복 측정 하였으며, 본 실험에서는 전진 사이드 스텝 시 축구장 그라운드의 형태에 따른 하지 근육의 평균 근활성도의 통계적 차이를 알아보기 위해서 반복이 있는 일원변량분석을 실시하였으며, 사후검증은 Scheffe 방식을 활용하였다. [결과] 가자미근과 단비골근의 평균 근 활성도에서 인조잔디는 천연잔디에 비해 유의미하게 더 높게 나타났다. [결론] 가자미근과 단비골근의 평균 근 활성도에서 인조잔디가 천연잔디에 비해 더 크게 나타났다. 이는 인조잔디가 천연잔디에 비해 하지 근육에 더 많은 부하가 전달된 것을 의미하며, 부상의 위험이 더 크다. 또한 동일한 동작을 반복했을 때 인조잔디가 천연잔디에 비해 더 많은 피로도를 유발할 수 있으며, 충분한 휴식과 스트레칭을 하지 않는다면 부상 가능성이 더 높아질 수 있어 필드에서 지도 시 주의가 요구된다.


[Purpose]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the lower extremity muscles activity during forward side step by soccer field ground types. [Methods] Fifteen elite high school soccer players participated in this study. Muscle activation patterns were recorded at 2000 Hz during forward side step task. Surface EMG of the tibialis anterior(TA), soleus(SOL), medial gastrocnemius(MG), lateral gastrocnemius( LG), peroneus brevis(PB) muscle was recorded, and the root mean square of the EMG was normalized, using a maximum voluntary isometric contraction(%MVIC). One-way repeated ANOVA was used for comparison among three soccer field ground types(natural grass, artificial turf, hard ground). [Results] Artificial turf displayed greater soleus and peroneus brevis activities compare to natural grass during forward side step task. [Conclusions] The relationship between increased soleus and peroneus brevis activation and greater incidence of injury in artificial turf versus natural grass requires further study. Soccer players routinely training on artificial turf for prolonged periods should be carefully monitored.

KCI등재

8투기종목 선수들의 스포츠 손상 및 재부상 발생 특성

저자 : 유주인 ( Yu Joo-in ) , 조영현 ( Cho Yeong-hyun ) , 서태범 ( Seo Tae-beom )

발행기관 : 대한무도학회 간행물 : 대한무도학회지 21권 4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157-169 (1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의 목적은 투기종목 선수들을 대상으로 스포츠 손상 발생빈도 및 재부상 발생 특성을 조사하는 것이다. 태권도, 유도, 펜싱, 레슬링 및 복싱을 포함한 투기종목 선수 125명을 대상으로 엘리트선수 스포츠 상해 및 재활 현황 설문지를 연구 목적에 맞게 수정·보완하여 총 17문항으로 구성하였다. 스포츠 손상 빈도는 3∼4회(39.3%), 본 훈련이 진행되는 오후 시간(55.1%)에 손상발생빈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스포츠 손상 발생 시기는 본 훈련과 시합 중 발생비율이 가장 높게 나타났으며, 훈련 방법에 따른 손상은 종목 특이적 훈련이(35.9%) 높았다. 스포츠 손상 발생원인으로는 준비운동 부족(24.9%)이 심리적 요인으로는 지나친 승부욕이 32.7%로 가장 많았다. 투기종목 선수들의 스포츠 손상 부위는 발목(21.7%), 무릎(17.9%) 순으로 나타났으며, 손상 부위와 병명은 인대(27.8%)와 타박상(35.8%) 및 염좌(19.7%)가 높게 나타났다. 동일부위 재부상은 2회(33.3%)가 높았고, 그 원인으로는 완치 전 훈련 및 시합(39.2%)과 본인 부주의(38.0%)가 높았다. 따라서 본 연구의 결과는 중, 고, 대학 및 일반선수들의 스포츠손상 발생빈도와 재부상 발생원인을 제시하여, 스포츠 손상 발생빈도를 낮출 수 있는 손상 예방프로그램 구축에 필요한 기초자료로 활용될 것이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investigate the frequency of sports injury and the re-injury in combat sports athletes. One hundred twenty five athletes including Taekwondo, Judo, Fencing, Wrestling and Boxing were participated in this study and the questionnaire of 17 questions related to sports injury and rehabilitation was surveyed and analyzed. As results of this study, the highest frequency of sports injuries was 3∼4 times (39.3%), and mainly occurred in afternoon training session (55.1%). The incidence of sports injury was the highest during the training and competition, and the sports injury according to the training method were high in sports specific training (35.9%). Also warm-up (24.9%) before the training and competition is necessary for preventing sports injury. Sports injury area appeared in the order of the ankle (21.7%) and knee (17.9%), and bruises (35.8%) and sprains (19.7%) were common. Re-injury in athletes was frequently occurred due to the return to training or competition before complete treatment (39.2%). Therefore, presents results suggests the frequency of sports injury and re-injury of combat athletes by life cycle, and in future study, our findings will be used as basic data for the construction of sports injury prevention program.

KCI등재

9중학교 테니스선수의 성별, 경력수준에 따른 스포츠상해 연구

저자 : 심영제(SimYoung-je) , 이중철(LeeJung-chul)

발행기관 : 한국체육학회 간행물 : 한국체육학회지 56권 1호 발행 연도 : 2017 페이지 : pp. 383-391 (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의 목적은 유소년 선수들의 테니스와 관련된 운동상해의 형태와 발생원인 등을 파악하여 선수코칭, 부상방지 및 재활치료를 위한 기초적인 자료를 제공하는데 그 목적이 있다. 피험자는 중학교 테니스 선수들로 남ㆍ여 100명씩 총 200명을 대상으로 하였다. 본 연구의 검사 도구는 테니스 스포츠상해 예방을 측정하기 위해 설문지를 이용하여 상해 부위, 상해 형태, 상해의 원인으로 분류하였다. 상해의 원인분석을 통해 도출한 주요 결과는 다음과 같다. 성별에 따른 상해부위는 남녀모두 상지에 비해 하지의 상해발생 비율이 높게 나타났다. 상해 형태는 남녀모두 좌상과 염좌가 가장 높게 나타났으며 염좌와 요통의 경우 여자가 남자보다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높게 나타났다. 경력별 상해형태는 경력이 낮을수록 골절의 위험성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좌상의 경우는 경력이 많을수록 상해가 높게 나타났다. 찰과상 또한 경력에 따른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상해의 발생원인은 남녀모두 본인 부주의가 가장 높게 나타났다. 결론적으로 유소년 테니스 선수들의 상해의 예방을 위해서 충분한 준비운동과 정리운동이 실시되어야 하고 운동학적 사슬을 최적화 시킬 수 있도록 하지 근육강화, 체간부 안정화 운동과 스트레칭이 매우 중요하다고 하겠다. 아울러, 유소년 선수들의 경쟁불안은 시합의 외적인 부분에서도 발생될 수 있기 때문에 세심한 주의를 기울여야 하며 상해 위험이 높은 선수들에게 다양한 예방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생각된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provide basic data for player coaching, injury prevention and rehabilitation in the future by analyzing the types, locations and causes of various sports injuries related to tennis among youth athletes by gender and career. The subjects were 200 middle school tennis players, 100 male and female. In order to measure the prevention of tennis sports injuries, this study used questionnaires to classify locations, types and causes of injury. The main results from the cause analysis of injury were as follows: The incidence of injuries of the lower extremities was higher in the injured area according to gender than in the upper extremity. The type of injury was the highest in both men and women with strain and sprain, especially sprain and back pain were significantly higher in women than in men. As for the type of injury by career, the lower the career, the higher the risk of fracture. In case of strains, the higher the career, the higher the injury and there was also a difference in abrasion according to career. Carelessness was the highest cause of injury for both men and women. In conclusion, enough warm up and cool down should be performed to prevent injuries of youth tennis players, and muscle strengthening, stabilization of body part and stretching are very important to optimize the kinetic chain. In addition, competition anxiety among youth players can occur in the outward part of the game, so it is very important to pay attention and provide various preventive programs to players who are at high risk of injury.

KCI등재

10자연과학편 : 생활체육 부상실태 조사를 통한 원인 규명 및 예방프로그램 개발

저자 : 이준희(JoonHeeLee) , 임비오(BeeOhLim)

발행기관 : 한국체육학회 간행물 : 한국체육학회지 53권 5호 발행 연도 : 2014 페이지 : pp. 533-542 (1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생활체육에 참가하는 동호인이 증가하면서, 생활체육 중 발생하는 부상 또한 증가하였다. 본 연구는 생활체육 현장에서 발생하는 스포츠 종목별 부상 원인을 규명하고, 부상예방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것이다. 국내 스포츠 현장에서 발생되는 스포츠 종목별 부상 종류, 원인 및 부위에 대한 자료는 국내에서 발표된 자료를 온라인 검색사이트(학술연구정보서비스)에서 검색 후 요약 정리하였다. 생활체육 현장에서 발생되는 부상의 대표적인 스포츠 종목으로는 축구, 배드민턴, 족구, 배구, 마라톤, 농구로 나타났다. 본 연구에서 개발된 생활체육 부상예방프로그램은 준비운동 3가지, 유연성 향상을 위한 9가지 운동, 근력 향상을 위한 3가지 운동, 점프 기술 향상(플라이오메트릭스)을 위한 7가지 운동, 민첩성 향상을 위한 5가지 운동, 균형능력 향상을 위한 5가지 운동, 정리운동을 위한 5가지 운동 등, 총 37가지운동으로 구성되어 있다. 생활체육 종목별로 부상의 원인은 준비운동의 부족과 운동기술의 결함 등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부상의 원인을 고려한 잘 만들어진 생활체육 부상 예방프로그램은 생활체육 현장에서 발생되는 부상을 예방하여, 운동을 더 안전하게 운동의 기쁨은 더 크게 할 수 있다.


The more participate in sports for all, the more increase sports injuries. The purpose of the study was to analysis sports injury mechanism through the overview of published articles and developing sports injury prevention program in sports for all field. The published articles were searched with research information service system(RISS) and reported with summarized data. Soccer, badminton, foot volleyball, volleyball, marathon and basketball were representative six sports event. The sports injury prevention program consists of three warm-up items, nine flexibility items, three strengthening items, seven plyometric items, five agility items, five balance items and five cool-down items. Sports injury mechanism were the lack of warm-up and motor skills. The well-made sports injury prevention program were prevention the sports injury in safe and enhanced the self-contentment.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