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논문

Data Report>이슈논문

이슈 키워드 논문 TOP10

이슈논문
| | | | 다운로드

KCI등재

1부모 자녀 수면 상호작용 척도 타당화 연구

저자 : 조문주 ( Cho¸ Moonju ) , 이소연 ( Lee¸ Soyeon )

발행기관 : 한국아동심리재활학회 간행물 : 놀이치료연구 25권 1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1-16 (1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verify the validity and reliability of PSIS to provide basic data that helps to closely explore the causes and interventions of children’s sleep problems. A total of 239 mothers (116 males, 123 females) completed a self-report questionnaire, including measures parent-child sleep interaction, mother’s sleep quality, parental stress, and children’s problem behavior. For the collected data, exploratory factor analysis, confirmatory factor analysis, correlation analysis, and reliability analysis were performed through M-plus 8.0 and SPSS 23.0. The result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First, as a result of exploratory factor analysis, it is finally confirmed as an 8-item, 2-factor model. )’ and 2 factors were named ‘Sleep Reinforcement’. Second, as a result of confirmatory factor analysis, the fit of the model was found to be excellent, and the validity of certification and reference validity were confirmed. This study suggests a simple and effective evaluation tool for evaluating the interaction between parents and children in sleep situations, rather than fragmentary related variables such as sleep time, and I think it will be useful to provide basic data onto sleep research in infants and young children. In addition, it is expected that this scale can be used as a parent education material that suggests what kind of attitude is appropriate to take in a child’s sleeping situation.

KCI등재

2위기가정 아동을 위한 가족놀이치료 개입

저자 : 선우현 ( Hyun Sunwoo )

발행기관 : 한국놀이치료학회 간행물 : 한국놀이치료학회지(놀이치료연구) 24권 1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57-81 (2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에서는 아동의 건강한 성장과 발달을 돕고자 가족놀이라는 안전한 매개체를 통해 아동과 함께 가족 구성원 모두가 놀이에 참여하여 가족체계의 변화를 위한 에너지를 만들어 낼 수 있는 위기가정 아동을 위한 효과적인 가족놀이치료의 개입을 마련하고자 한다. 이에 아동의 문제행동으로 인해 가족놀이치료에 의뢰된 드림스타트 서비스에 의뢰된 50가정을 대상으로 의뢰된 아동의 문제행동 유형별로 가족놀이평가를 실시하였다. 가족놀이평가 결과, 부모는 자녀들이 과제를 완성하도록 격려하고 긍정적 피드백을 제공하여 성취감을 갖도록 돕는 부모역할이 부족하였고, 방관적 태도로 무관심하거나 비난하는 의사소통 방식을 사용한 상호작용을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따라서 위기가정 아동을 위한 가족놀이치료 개입에서 부모와 자녀 간 건강한 의사소통과 정서적 상호작용을 증진시키기 위해 치료자는 부모주도의 안전하고 구조화된 매개체를 활용한 가족놀이 활동을 제공하여 부모를 돕고 규칙이 포함된 가족놀이가 더 즐겁다는 것을 경험하는 것이 필요하다. 본 연구는 위기가정의 아동들이 가족구성원들 간 긍정적인 상호작용을 할 수 있도록 돕는 가족놀이치료의 개입 방향을 모색하였다는데 그 의의가 있다.


In this study, an effective family play therapy for children of families in crisis was evaluated, Family play is a form of play therapy, where all family members participate in play through this safe medium, the purpose of which is to promote children’s healthy growth and development, thereby creating energy for change in the family system. To this end, an evaluation of a family play was conducted for each type of a child’s problem behaviors, 50 families who had been referred to the Dream Start service and had requested family play therapy due to a child’s problem behavior, were used as subjects in this study. The results evaluation of the family play revealed the following: Parents who lacked the parenting skills to encourage their children to complete tasks and to provide positive feedback to help them achieve a sense of accomplishment, tended to interact with indifference or criticism, maintaining the attitude of a bystander. Therefore, in order to promote more healthy communication and emotional interactions between parents and children in family play therapy interventions for children of families in crisis, therapists need to assist parents by providing family play activities using a safe and structured medium led by parents and it is necessary for those participating in family play to have an enjoyable experience. This study is meaningful in that it explored new directions in family play therapy intervention, and looked at how this can helps children of families in crisis have more positive interactions among their family members.

KCI등재

3ADHD 아동 가족의 가족놀이치료 중재 후 변화연구

저자 : 선우현 ( Sunwoo Hyun ) , 박재훈 ( Park Jae-hun )

발행기관 : 한국놀이치료학회 간행물 : 한국놀이치료학회지(놀이치료연구) 24권 2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137-157 (2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ADHD 아동 가족의 가족놀이치료를 통한 뇌파 변화와 양육 스트레스 변화, 가족 간의 상호작용 변화를 살펴 심리치료 영역에서 뇌 연구의 활용 폭을 넓히고자 한다. 이에 가족놀이치료 8회기를 실시하였고 뇌파의 특징을 고려하여 변화를 살펴보았다. 그 결과 첫째, 창의적인 인지 활동과 심리적 건강함과 즐거운 활동 시에 증가하는 세타파의 변화를 볼 때 아동들은 가족 놀이가 즐거움과 창의적 활동으로 경험되었다. 둘째, 정서적 안정을 나타내는 척도로 활용되는 알파파의 변화를 볼 때 가족 구성원 모두 정서적 안정감을 경험하였다. 셋째, 집중력과 추진력 등 주어진 일에 몰두할 때 나타나는 낮은 베타파의 변화를 볼 때 부모가 주도성을 가지고 가족 놀이를 진행하였음과 이를 통해 아동들은 두뇌 이완을 경험하였다. 넷째, 스트레스와 연관된 높은 베타파의 변화를 볼 때 가족 놀이를 통해 모와 아동들의 스트레스가 해소되었다. 또 양육 스트레스는 모두 감소하였고 가족협동화 분석을 통하여 아동과 부모 간의 긍정적이고 협력적인 상호작용이 증가하였음이 확인되었다. 이상과 같이 뇌파와 양육 스트레스, 상호작용의 변화를 종합하여 볼 때 ADHD 아동 가족의 가족놀이치료 개입이 긍정적 효과가 있었음을 알 수 있다. 본 연구는 ADHD 아동 가족의 구성원 각각의 뇌파 변화와 가족놀이치료 개입 경험을 통합적으로 제시하였다는데 의의가 있다.


This study aims to broaden the application of brain research in the field of psychotherapy by examining changes in brain waves, changes in parenting stress, and interaction through family play therapy in families of children with ADHD. To this end, 8 sessions of family play therapy were conducted and the changes were examined in consideration of the characteristics of EEG. The results suggest the following; first, when looking at the change in theta waves that increase during creative cognitive activities, psychological health, and enjoyable activities, children viewed family play as a fun and creative activity. Second, when looking at the changes in alpha wave, which is used as a measure of emotional stability, all family members experienced increased emotional stability. Third, when looking at the changes in low beta waves that appear when immersed in a given task such as concentration and momentum, parents took the initiative in family play, and through this, children experienced brain relaxation. Fourth, when seeing the change in high beta waves related to stress, the stress of mothers and children was relieved through family play. In addition, it was confirmed that all parenting stress levels decreased, and positive and cooperative interactions between children and parents increased through cooperative picture analysis. As described above, when the changes in brain waves, parenting stress, and interactions are synthesized, it can be seen that the family play therapy intervention in families of children with ADHD had a positive effect. This study is meaningful in that it presents the EEG changes observed and the family play therapy intervention experiences of each member of the ADHD child's family in an integrated manner.

KCI등재

4영유아교사가 지각한 부모와의 아동기 경험, 성인애착, 교사-영유아 상호작용 간의 구조적 관계 분석

저자 : 성현주 ( Sung Hyun-ju ) , 이연승 ( Lee Yeon-seung )

발행기관 : 한국유아교육학회 간행물 : 유아교육연구 41권 1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109-132 (2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부모와의 아동기 경험이 교사의 영유아 상호작용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며, 여기서 영유아교사의 성인애착이 매개효과가 있는지를 살펴보았다. 본 연구의 조사 기간은 2018년 11월 15일부터 2월 20일까지 98일간 진행되었으며, A광역시의 영유아교사 365명을 대상으로 질문지 조사를 실시하였다. 통계적 검증을 위해 SPSS 22.0, Amos 22.0 프로그램을 이용하였으며, 빈도분석, 평균, 표준편차, 왜도 및 첨도를 통해 자료의 정규성을 검토하였다. 또한 일원분산분석(One-Way ANOVA)을 실시하고, 상관분석 및 신뢰도 분석, 구조방정식모형을 사용하여, 최종적으로 채택된 모형에서 성인애착의 매개효과를 검증하기 위해 부스트래핑(Bootstrapping)방법을 이용하였다. 연구 결과 변인간의 구조적 관계는 모든 경로에서 유의미한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성인애착의 매개효과를 살펴 본 결과 아동기 경험과 교사-영유아 상호작용 관계에서 성인애착이 부분매개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결과는 교사의 아동기 경험이 현재 자신의 성인애착과 영유아 상호작용에 영향을 미치는 중요한 요인임을 알 수 있었으며, 성인애착이 현재 교사의 영유아 상호작용 역할에도 중요한 영향을 미친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investigate how a teacher’s childhood experience with parents subsequetly affected the teacher-child interaction and also whether the early childhood teacher’s adult attachment has any mediated effects. The survey was conducted on 446 teachers working in the kindergartens and Day Care Center located in A Metropolitan City for 98 days from Nov. 15, 2018 to Feb. 20, 2019. For data analysis, SPSS 22.0 and Amos 22.0 programs were used. Normality was reviewed with frequency analysis, average, standard deviation, skew and kurtosis. Also, Bootstrapping was used to verify the adult attachment’s mediated effects in the final model by using structural equation modeling (SEM). The research findings are as follows. First, the structural relationship in each variable showed that childhood experience had significant influence on the adult attachment, followed by the childhood experience and child interaction. Second, the adult attachment’s mediated effects in the structural relationship indicated that the adult attachment had significant indirect effect on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childhood experience and teacher-child interaction, which means that it has mediated effects partially between the childhood experience and child interaction. Such research findings showed that the teacher’s childhood experience in their early childhood is an important element that affects the present adult attachment and child interaction. In addition, the adult attachment influenced by the teacher’s experience with parents in their early childhood has great influence on the present role of child interaction.

KCI등재

5치료놀이를 적용한 동물매개치료가 장애아동 어머니의 양육스트레스와 양육효능감에 미치는 영향

저자 : 강원국 ( Kang Won-guk ) , 오가영 ( Oh Ka-young )

발행기관 : 대구대학교 특수교육재활과학연구소 간행물 : 특수교육재활과학연구 60권 1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393-412 (2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에서는 치료놀이를 적용한 동물매개치료가 어머니의 양육스트레스와 양육효능감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살펴보았다. 연구대상으로 J시에 위치한 A 심리상담센터의 만 9세부터 만 12세까지의 장애아동과 어머니 11쌍으로 실험집단 6쌍과 통제집단 5쌍으로 구성하였다. 실험집단에게 2020년 7월부터 10월까지 총 10회기, 회기당 40분을 모-아에게 실시하였다. 프로그램 효과검증을 위해 실험집단과 통제집단의 어머니에게 양육스트레스와 양육효능감 질문지를 사전과 사후에 실시하였다. SPSS 20.0을 활용하여 집단 내 사전과 사후를 비교한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실험집단의 양육스트레스 전체와 하위영역인 양육관련 고민, 부모-아동 간 상호작용, 아동특성에 유의미한 차이가 나타났다. 둘째, 실험집단의 양육효능감 전체와 하위영역인 효능감과 불안감에 유의미한 차이가 나타났다. 하지만 통제집단의 양육스트레스와 양육효능감에서는 모두 유의미한 차이가 나타나지 않았다. 따라서 어머니는 장애 자녀와 함께 즐겁게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프로그램 활동을 통해 양육기술을 익혀 양육스트레스가 감소하고 양육효능감이 향상되어 본 동물매개치료가 어머니의 양육스트레스와 양육효능감에 긍정적 영향을 미쳤음을 알 수 있었다.


This study examined how the Animal-Assisted Therapy related to Therapy influenced the parenting stress and parenting self-efficacy of the mother. The study subjects were the disabled children whose ages are from ten to thirteen years old and their mothers in the eleven couples of the psychology consultation center in the J city. They were divided into the experiment group of the six couples and the control group of the five couples. To the experiment group of the disabled children with their mother, the program has been conducted for ten periods for forty minutes from July to October. To verify the effect of the program, the questionnaire of Parenting stress and Parenting Self-Efficacy was distributed to the mothers of the experiment group and control one before and after. In using SPSS20.0 the following is the comparison results of the pre and post in both groups. First, all of the Parenting Stress, including the anxiety related to nurturing, the interaction between mother and child, and the child's character, were decreased from the figure on the questionnaire in the experiment group. Second, in the control group, all of the Parenting Self-Efficacy with efficacy and anxiety were increased in the figure. After participating in the program with her disabled child in the delightful situation, when the mother learned the nurturing skills, the Parenting Stress was decreased but the Parenting Self-Efficacy was improved by the mother. Therefore, Animal-Assisted Therapy has a positive effect on the Parenting Stress and Parenting Self Efficacy of the mother.

KCI등재

6유아변인, 어머니의 양육변인, 교사변인이 유아의 초등학교 학습준비도에 미치는 영향

저자 : 임현주 ( Hyunju Lim )

발행기관 : (사)아시아문화학술원 간행물 : 인문사회 21 12권 2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1329-1344 (1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의 목적은 유아변인, 어머니의 양육변인, 교사변인이 유아의 초등학교 학습준비도에 미치는 영향력을 알아보는 데 있다. 이를 위해 한국아동패널(2014) 7차년도 자료를 활용하였으며, 유아, 어머니, 교사 각각 1,203명을 연구대상으로 하였다. 변인의 특성을 알아보기 위해 기술통계, 상관관계, 위계적 회귀분석으로 검증하였다. 연구결과, 유아변인 중에서 성별과 자아존중감은 유아의 학습준비도에 3.7%의 정적 영향력을 미치고 있었다. 또한, 어머니의 양육변인 중 양육효능감도 유아의 학습준비도에 0.9%의 정적 영향력을 미쳤다. 마지막으로 교사변인 중 교사-유아상호작용, 교사효능감은 유아의 학습준비도에 8.2%의 정적 영향력을 미치고 있었다. 이에 유아변인, 어머니의 양육변인, 교사변인은 유아의 초등학교 학습준비도에 영향을 미치는 유의한 변인에 해당함을 알 수 있었다.


This study aimed to analysis the effect of children’s variables, mothers’ parenting variables, and teacher’s variables on child’s elementary school readiness. The data of 1,023 child 72∼79 months and their mothers and teacher were extracted from the 7th Panel Study on Korean Children in 2014. The data were analyzed with methods of the descriptive statistics, correlation statistics and the hierarchical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The analysis results were as follows. Firstly, child’s variables impacted on child’s school readiness by 3.7%. Secondly, mothers’ parenting variables impacted on child’s school readiness by 0.9%. Finally, teacher’s variables impacted on child’s school readiness by 8.2%. These results suggest that children’s variables, mothers’ parenting variables, and teacher’s variables was very effective in improving child’s elementary school readiness.

KCI등재

7청소년기 사이버폭력 가해행동에 영향을 미치는 개인효과와 학교효과 비교 연구: 다층모형을 활용하여

저자 : 김동하 ( Kim Dong Ha )

발행기관 : 한국청소년복지학회 간행물 : 청소년복지연구 23권 1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187-209 (2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청소년의 사이버폭력 가해행동에 영향을 미치는 개인수준의 요인과 학교수준의 요인을 검증하고, 개인효과와 학교효과를 비교ㆍ분해함과 더불어 개인효과와 학교효과 간의 상호작용을 분석함으로써 학교폭력의 진화된 형태인 청소년의 사이버폭력의 특성에 대해 명확하게 이해하는 데 그 목적이 있다. 이를 위해 2018 한국아동ㆍ청소년패널조사 중에 2차년도(중2) 자료를 활용하였고, 본 연구의 최종 분석대상자는 총 182개 중학교의 2,438명이다. 분석결과, 개인 수준에서는 공격성이 높을수록, 개인의 오프라인 학교폭력 가해경험이 많을수록, 교우관계가 부정적일수록 사이버폭력 가해행동의 위험이 유의하게 높았다. 학교수준에서는 전반적인 학교풍토에 대해 부정적으로 인식할수록, 학교전체의 오프라인 가해수준이 높을수록 사이버폭력 가해 행동의 위험이 유의하게 높았다. 아울러 학교수준에서의 오프라인 학교폭력 가해경험이 개인수준보다 더 큰 영향을 미쳤으며, 개인의 공격성이 사이버폭력 가해행동에 미치는 영향에 있어서 학교전체의 오프라인 학교폭력 수준이 중요한 시너지역할을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결과를 바탕으로 본 연구는 학교환경적 차원에서의 사이버폭력 예방과 개입 모색의 필요성을 강조하였다.


This study examined individual and school factors that affect cyber violence perpetration, compared individual and school effects, and analyzed the interaction between individual and school effects in order to deeply comprehend the youth cyber violence problem. The data was derived from the 2018 Korean Children and Youth Panel Survey focused on the 2nd year of middle school. The final analysis for this study included 2,438 students from a total of 182 middle schools. As a result, at the individual level, the higher the aggression, the greater the off-line school violence, and the more negative peer relationships, the higher risk of cyber violence perpetration behavior. At the school level, the more negatively perceived the school climate, and the higher level of off-line school violence across the school, the higher risk of cyber violence perpetration behavior. In addition, we found that the effect of off-line school violence on cyber violecne perpetration at the school level was greater than the individual level. In the relationship between individual aggression and cyber violence perpetration, the level of off-line school violence throughout the school revealed a significant moderating effect. Based on these results, this study emphasized the necessity of school level intervention and prevention for youth cyber violence problems.

KCI등재

8남편의 자녀양육참여율이 남편과 아내의 결혼만족도에 미치는 영향 -맞벌이 부부의 고용형태 차이의 조절효과를 중심으로-

저자 : 오성은 ( Oh Seongeun ) , 허수연 ( Huh Sooyeon )

발행기관 : 한국가족사회복지학회 간행물 : 한국가족복지학 68권 1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35-61 (2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유아기 자녀를 둔 남편과 아내의 결혼만족도에 영향을 미치는 남편의 자녀양육참여율에 대한 맞벌이 부부의 고용형태 차이의 조절효과를 확인하고자 한다. 결혼만족도는 결혼에 대한 본인의 기대가 얼마나 충족되었는지에 따라 결정되기 때문에 개인의 기대 수준 충족에 따라 만족도는 다르게 나타날 수 있다. 자녀양육에 대한 책임과 기대수준은 맞벌이 부부의 고용형태 차이에 따라 다를 수 있다. 그렇기에 본 연구는 남편의 자녀양육참여율이 결혼만족도에 미치는 영향이 맞벌이 부부의 고용형태 차이에 따라 그 영향이 어떻게 달라지는지를 밝혀내고자 한다. 이를 확인하기 위하여 아동패널조사 5차년도 참여자 중 맞벌이를 하고 있는 285가구의 부부를 대상으로 분석을 진행하였다. 분석결과에 따르면 남편의 자녀양육참여율은 아내의 결혼만족도에는 유의한 영향을 미치지만 남편의 결혼만족도에는 통계적으로 유의한 영향을 미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음으로 맞벌이 부부의 고용형태 차이에 따라서 남편의 자녀양육참여율이 남편과 아내의 결혼만족도에 미치는 영향이 어떻게 다른지 확인해 보기 위하여 남편과 아내의 결혼만족도에 대한 남편의 자녀양육참여율과 부부의 고용형태 차이의 상호작용효과를 살펴보았다. 분석결과에 의하면 오직 아내의 결혼만족도에 대해 남편은 정규직이고 아내는 비정규직인 경우에만 남편의 주말 양육참여의 상호작용이 통계적으로 유의한 것으로 확인되었다. 이러한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하여 맞벌이 가정에서 아내의 결혼만족도에 영향을 미치는 남편의 자녀양육참여율에 대한 협상력 증대를 위해 노동시장에서의 여성의 지위 향상이 필요하다는 함의를 도출하였다.


This study aims to examine the moderating effects of differences in employment status (regular work or non-regular work) of a dual-income couple on the relationship between husband’s child-rearing participation rate and marital satisfaction. This study employs data from Panel Study on Korean Children(PSKC). The study subjects consists husbands and wives of 285 dual-income households in 5th-year data of the PSKC. The results of the analysis are as followings: First, when husband’s participation rate in child-rearing increase, wives tend to be more satisfied with their marriage. However, husband’s child-rearing participation rate did not show significant influence on husband’s marital satisfaction. Second, the moderating effects of differences in employment status of a dual-income couple on the relationship between husband’s weekend child-rearing participation rate and wive’s marital satisfaction were only significant among dual-income couples that consist of a husband with regular work and a wive with non-regular work. The results imply that women’s status in the labor market needs to be improved in order to increase the husband’s participation rate in child-rearing, which affects the marriage satisfaction of the wife in a dual-income family.

KCI등재

9그림책 관련 초등교육 연구 동향 및 그림책 활용 양상 연구

저자 : 이순아 ( Lee Soonah ) , 임성만 ( Lim Sungman )

발행기관 : 서울교육대학교 초등교육연구원 간행물 : 한국초등교육 32권 1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471-492 (2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초등교육 현장에서 그림책은 학년에 상관없이 널리 활용되고 있고 그림책 관련 연구들이 2000년대 이후 꾸준히 발표되고 있으나, 초등교육을 다룬 국내 그림책 연구 동향을 파악하고 종합한 연구는 찾아보기 어렵다. 유·초 연계교육과 독서교육이 강조된 2015개정 교육과정이 시행되고 있는 이 시점에서 국내 학술지에 발표된 연구를 중심으로 초등교육에서 그림책이 어떻게 접근되고 활용되고 있는지 그림책 활용 양상과 연구 동향을 살펴보고 초등 수업에서 보다 효과적으로 그림책을 활용할 수 있는 방안을 제시하고자 한다. 이를 위해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하거나 초등학교 교육현장과 관련된 그림책에 대한 국내 학술지 연구 99편을 7가지 대범주와 43개의 코드로 구성된 분석기준에 근거하여 내러티브 리뷰방식으로 고찰하고 분석하였다. 연구결과 첫째, 지난 20여년간 초등교육에서 국내 그림책 연구들은 꾸준하게 명맥을 유지하며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나, 유아교육분야에 비해 상대적으로 연구가 매우 부족한 실정이다. 둘째, 연구대상이 초등 전학년에 고르게 분포되어 있어 그림책은 학년 구분 없이 유용하게 활용 가능한 교육매체임을 확인하였다. 셋째, 그림책은 일반 수업활동 자료 및 매체이자 아동의 사회정서 발달을 지원하는 상담 및 치료 도구로서 활용 측면이 확대되었다. 넷째, 언어 및 문학교육에서 그림책의 활용도가 높았고, 교육과정 연계성을 실제적으로 고려한 연구는 상대적으로 적었다. 다섯째, 초등현장에서 서사그림책 위주 활용 경향성이 높았으며, 교수·학습적 자료 유용성과 이야기 주제적합성 측면의 접근과 활용이 두드러졌다. 이를 토대로 초등교육에서 보다 다양한 장르의 그림책을 효과적으로 활용하기 위해서 그림책이 가진 다표상성과 상호작용성에 주목한 접근이 필요함을 논의하였다. 또한, 그림책을 사회 및 과학교과 영역으로 확대·적용하고 창의력, 상상력, 문제해결력 등과 같은 미래역량 발달을 위한 그림책의 초등교육적 활용 방안을 제안하였다.


This study aimed to analyze the research trend of elementary picture book studies and explore how to use picture books more effectively in elementary teaching. We analyzed 99 research articles published between 1998 and 2019 in domestic academic journals, using narrative review methods. The analysis criteria were research types, approaches to picture books, picture book genres, developmental areas, research participants, and connection to the elementary curriculum. Regarding the results of analyzing the trend of elementary picture book research, first, the elementary picture book research increased for the past 20 years. However, the number of research is still not abundant compared to the early childhood education field. Second, the research participants were distributed across all grades, which meant that picture books would be helpful educational media. Third, picture books have been used as available teaching materials and as counseling and healing tools for helping children’s social and emotional development. Forth, picture books’ utility tended to be higher in particular, in the language education areas such as Korean and English subjects and less connected to the elementary curriculum. Lastly, story picture books tended to be the most used in the elementary education field. They were selected based on the story topics or specific characteristics as language learning materials such as easy vocabulary, simple sentences, or repetitive expressions. To expand practical uses of picture books in elementary teaching contexts, the approach to picture books focused on their multimodality and intertextuality will be needed. Presenting foreign teaching cases, we suggest that picture books should be used in more various subjects such as social studies, history, or science. They would also be useful to increase elementary students’ imagination, creativity, and problem-solving abilities.

KCI등재

10청소년기 사이버폭력 가해행동에 영향을 미치는 개인효과와 학교효과 비교 연구: 다층모형을 활용하여

저자 : 김동하 ( Kim Dong Ha )

발행기관 : 한국청소년복지학회 간행물 : 청소년복지연구 23권 1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187-209 (2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청소년의 사이버폭력 가해행동에 영향을 미치는 개인수준의 요인과 학교수준의 요인을 검증하고, 개인효과와 학교효과를 비교ㆍ분해함과 더불어 개인효과와 학교효과 간의 상호작용을 분석함으로써 학교폭력의 진화된 형태인 청소년의 사이버폭력의 특성에 대해 명확하게 이해하는 데 그 목적이 있다. 이를 위해 2018 한국아동ㆍ청소년패널조사 중에 2차년도(중2) 자료를 활용하였고, 본 연구의 최종 분석대상자는 총 182개 중학교의 2,438명이다. 분석결과, 개인 수준에서는 공격성이 높을수록, 개인의 오프라인 학교폭력 가해경험이 많을수록, 교우관계가 부정적일수록 사이버폭력 가해행동의 위험이 유의하게 높았다. 학교수준에서는 전반적인 학교풍토에 대해 부정적으로 인식할수록, 학교전체의 오프라인 가해수준이 높을수록 사이버폭력 가해 행동의 위험이 유의하게 높았다. 아울러 학교수준에서의 오프라인 학교폭력 가해경험이 개인수준보다 더 큰 영향을 미쳤으며, 개인의 공격성이 사이버폭력 가해행동에 미치는 영향에 있어서 학교전체의 오프라인 학교폭력 수준이 중요한 시너지역할을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결과를 바탕으로 본 연구는 학교환경적 차원에서의 사이버폭력 예방과 개입 모색의 필요성을 강조하였다.


This study examined individual and school factors that affect cyber violence perpetration, compared individual and school effects, and analyzed the interaction between individual and school effects in order to deeply comprehend the youth cyber violence problem. The data was derived from the 2018 Korean Children and Youth Panel Survey focused on the 2nd year of middle school. The final analysis for this study included 2,438 students from a total of 182 middle schools. As a result, at the individual level, the higher the aggression, the greater the off-line school violence, and the more negative peer relationships, the higher risk of cyber violence perpetration behavior. At the school level, the more negatively perceived the school climate, and the higher level of off-line school violence across the school, the higher risk of cyber violence perpetration behavior. In addition, we found that the effect of off-line school violence on cyber violecne perpetration at the school level was greater than the individual level. In the relationship between individual aggression and cyber violence perpetration, the level of off-line school violence throughout the school revealed a significant moderating effect. Based on these results, this study emphasized the necessity of school level intervention and prevention for youth cyber violence problems.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