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문 상세보기

중앙대학교 국가정책연구소> 국가정책연구> 한국사회의 4차 산업혁명 수용과정과 대응전략의 시사점

KCI등재

한국사회의 4차 산업혁명 수용과정과 대응전략의 시사점

The Fourth Industrial Revolution in South Korea: Discourse Limitations and Implications of Response Strategies

윤정현 ( Junghyun Yoon )
  • : 중앙대학교 국가정책연구소
  • : 국가정책연구 32권1호
  • : 연속간행물
  • : 2018년 03월
  • : 21-53(33pages)

DOI


목차


					

키워드 보기


초록 보기

그 동안 한국정부는 고착화된 저성장의 위기를 타개하기 위한 실천 수단으로서 4차 산업혁명 담론을 수용하고 주도해왔다. 그러나 이러한 범정부 차원의 시도가 얼마나 효과적일지에 대해서는 많은 의구심이 제기되고 있다. 필자는 그 이유로 4차 산업혁명의 한국적 수용과정에 나타난 협소한 담론 환경과 기술 우선주의의 한계점에 대해 지적한다. 특히, 한국정부의 4차 산업혁명 대응 전략에는 암묵적으로 산업진흥, 기술개발 중심적 담론이 자리하고 있었으며 급속한 변화의 부작용을 완화하기 위한 윤리적·사회적 논의는 상대적으로 지체되어 있었다. 이는 결국 사회전반의 수용성 제고와 적극적인 대응에 커다란 난제로 작용할 가능성이 높다. 한국사회의 제한된 4차 산업혁명 담론과 전략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한국적 현실을 고려한 구성원들의 다양한 관점을 수용하고, 전통산업과의 균형발전 및 사회적 공진화를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
The Korean government has accepted and led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discourse as a way to overcome as a way to overcome low growth. However, there are a lot of suspicions about how effective this government-wide attempt will be. I point out some limitations following of the narrow environment of discourse lacking various participation of members in the process of accepting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in Korea, and approach placing a high priority on intelligent information technology.
In response to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in Korea, the government established strategies stressing on industrial improvement and technology development tacitly. Meanwhile, ethical and social discussions to mitigate the adverse effects of technology development and industrialization were relatively delayed. In particular, the environment lacking the various participation and communication of members in the policy-making can lead to a social aversion against the rapid change of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Consequently, it is more likely to have a great difficulty in encouraging people to accept social changes on the whole and actively responding to those changes.

ECN

I410-ECN-0102-2018-300-004007594


UCI

I410-ECN-0102-2018-300-004007594

간행물정보

  • : 사회과학분야  > 행정학
  • : KCI 등재
  • : -
  • : 계간
  • : 1738-8848
  • :
  • : 학술지
  • : 연속간행물
  • : 1987-2018
  • : 641


저작권 안내

한국학술정보㈜의 모든 학술 자료는 각 학회 및 기관과 저작권 계약을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이에 본 자료를 상업적 이용, 무단 배포 등 불법적으로 이용할 시에는 저작권법 및 관계법령에 따른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발행기관 최신논문
| | | | 다운로드

1시민 정치참여의 제도화: 독일의 e-청원 사례를 중심으로

저자 : 김주희 ( Joo Hee Kim ) , 장혜영 ( Hyeyoung Chang )

발행기관 : 중앙대학교 국가정책연구소 간행물 : 국가정책연구 32권 1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1-19 (1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독일 연방의회의 e-청원제도가 대의제 민주주의의 위기에 대한 제도적 보완이 될 수 있음을 제시하고, 독일 의회가 e-청원제도라는 개혁을 받아들이게 된 요인에 대해 분석한다. 특히, 숙의 민주주의의 현실적 적용이라는 점에서 독일 e- 청원제도는 시민의 적극적 정치참여를 돕는 제도로서 의미가 있다. 독일 연방의회는 e-청원제도가 의회의 입법기능을 약화시킨다는 우려를 드러내기도 하였다. 그러나 의회 내 청원위원회라는 제도적 장치를 통해 e-청원제도는 의회의 입법기능을 대체하기보다 보완하는 역할을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동시에 연방의회는 지속적으로 하락하는 의회에 대한 국민의 신뢰도를 보완하는 방식으로 e-청원제도를 채택하였다. 본 연구는 직접 민주주의적 특성을 지닌 숙의 민주주의의 성공은 대의 민주주의 제도와의 긴장이 아닌 제도 내 조화가 중요하며 특히 시민참여의 제도적 장치가 정착되는 것이 중요함을 확인하였다. 따라서 독일 연방의회의 e-청원제도는 향후 한국의 숙의 민주주의 활성화에 기여하는 요인을 분석하는 모델로서 의미가 있다.

2한국사회의 4차 산업혁명 수용과정과 대응전략의 시사점

저자 : 윤정현 ( Junghyun Yoon )

발행기관 : 중앙대학교 국가정책연구소 간행물 : 국가정책연구 32권 1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21-53 (3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그 동안 한국정부는 고착화된 저성장의 위기를 타개하기 위한 실천 수단으로서 4차 산업혁명 담론을 수용하고 주도해왔다. 그러나 이러한 범정부 차원의 시도가 얼마나 효과적일지에 대해서는 많은 의구심이 제기되고 있다. 필자는 그 이유로 4차 산업혁명의 한국적 수용과정에 나타난 협소한 담론 환경과 기술 우선주의의 한계점에 대해 지적한다. 특히, 한국정부의 4차 산업혁명 대응 전략에는 암묵적으로 산업진흥, 기술개발 중심적 담론이 자리하고 있었으며 급속한 변화의 부작용을 완화하기 위한 윤리적·사회적 논의는 상대적으로 지체되어 있었다. 이는 결국 사회전반의 수용성 제고와 적극적인 대응에 커다란 난제로 작용할 가능성이 높다. 한국사회의 제한된 4차 산업혁명 담론과 전략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한국적 현실을 고려한 구성원들의 다양한 관점을 수용하고, 전통산업과의 균형발전 및 사회적 공진화를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

3지방자치단체별 출산율 영향요인 연구: 사회·문화적, 경제적, 정책적 요인을 중심으로

저자 : 오삼권 ( Samgwon Oh ) , 권영주 ( Young Joo Kwon )

발행기관 : 중앙대학교 국가정책연구소 간행물 : 국가정책연구 32권 1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55-81 (2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지방자치단체별 출산율 영향요인을 실증적으로 규명하기 위하여 전국 226개 기초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사회·문화적 요인, 경제적 요인, 정책적 요인이 합계출산율과 조출생률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였다. 분석 결과 사회·문화적 요인이 지방자치단체별 출산율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정책적 요인은 그 다음으로 출산율에 어느 정도 영향을 미쳤으나, 경제적 요인은 조출생률에만 극히 미미하게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나 지방자치단체의 출산력을 충분히 설명하지 못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합계출산율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으로는 조혼인율, 여자 초혼 연령이, 조출생률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으로는 조혼인율, 여자 초혼 연령, 출산장려금, 지가변동률이었다. 본 연구의 분석 결과는 지방자치단체의 출산장려 정책이 경제적 지원 정책과 함께 장기적인 사회문화적 환경 조성 정책이 병행되어야 한다는 시사점을 제공한다.

4사회복지공무원의 문화성향과 직무만족의 관계: 성과보상에 대한 공정성 인식의 매개효과 검증

저자 : 한승주 ( Seungjoo Han ) , 주재현 ( Jaehyun Joo ) , 임지혜 ( Ji-hye Lim )

발행기관 : 중앙대학교 국가정책연구소 간행물 : 국가정책연구 32권 1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83-106 (2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개인에게 내재된 문화성향이 자신의 직무만족에 영향을 미칠 것이라는 가정 아래, 조직으로부터 받는 성과보상의 공정성이 매개적 영향을 미치는지에 대해 사회복지공무원을 대상으로 분석하였다. 문화성향은 집단성과 격자성으로 구성하였고, 성과보상은 절차적 공정성과 분배적 공정성으로 나누어 직무만족과의 관계를 매개회귀분석을 통하여 확인하였다. 분석 결과, 사회복지공무원의 집단성 성향이 직무만족에 영향을 미치며 그러한 관계에서 성과보상의 공정성이 매개효과를 가지고 있는 것을 발견하였다. 사회공동체와 소속 조직에 강한 연대감을 보이는 공무원이 조직의 성과보상의 과정과 결과가 보다 공정하다고 인식하였으며 이러한 공정성 인식이 직무만족을 강화하는 것이다. 그러나 격자성은 직무만족에 영향을 미치지 못하여 성과보상 공정성의 매개효과를 논의할 수 없었다. 이러한 결과는 공정한 성과보상제도의 마련이 공무원의 직무만족과 조직성과에 중요하다는 주장을 지지한다고 볼 수 있었다.

5직무관련 요인이 공무원의 이직의도에 미치는 영향과 직무관련 의사소통의 조절효과

저자 : 노종호 ( Jongho Roh ) , 최진욱 ( Jin-wook Choi )

발행기관 : 중앙대학교 국가정책연구소 간행물 : 국가정책연구 32권 1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107-137 (3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직무관련 요인이 공무원의 이직의도에 영향을 미치는 중요한 요인임에도 불구하고, 대다수의 선행연구가 특정분야의 공무원을 대상으로 특정 직무관련 요인에만 초점을 두고 있어 다양한 직무관련 요인이 이직의도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여 그 결과를 일반화하는데 한계가 있었다. 따라서 본 연구는 중앙부처와 광역지방자치단체에 근무하는 일반직 공무원을 대상으로 다양한 직무관련 요인이 이직의도에 미치는 영향과 직무관련 의사소통의 조절효과(moderating effects)를 순서형 로짓 모형(ordered logit model)을 통해 분석하였다. 분석결과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직무자율성을 제외한 직무만족, 직무스트레스, 업무량이 이직의도에 유의미한 영향을 미친다는 것을 발견했다. 직무만족은 이직의도에 부정적인 영향을, 직무스트레스와 업무량은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독립변수인 직무관련 요인들이 종속변수인 이직의도에 미치는 상대적 영향력을 비교한 결과, 직무만족>직무스트레스>업무량의 순으로 이직의도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마지막으로, 직무관련 요인과 이직의도 간의 영향관계에 있어 직무관련 의사소통의 조절효과를 분석한 결과, 직무자율성과 이직의도 간의 영향관계를 제외하고, 직무관련 의사소통이 직무만족-이직의도 관계, 직무스트레스-이직의도 관계, 업무량-이직의도 관계를 조절하는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구체적으로, 직무관련 의사소통은 직무만족과 이직의도 간의 부(-)의 영향관계를 더욱 강화시키는 반면, 직무스트레스와 이직의도, 업무량과 이직의도 간의 정(+)의 영향관계는 더욱 약화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연구는 일반직 공무원을 대상으로 다양한 직무관련 요인과 직무관련 의사소통의 조절효과를 통해 이직의도의 직·간접적 영향요인을 심층적으로 분석하였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

6지방정부의 재정자립도와 사회복지예산의 관계 연구: 지방정부 유형별 비교분석

저자 : 허만형 ( Mann Hyun Hur ) , 김은경 ( Eungyung Kim )

발행기관 : 중앙대학교 국가정책연구소 간행물 : 국가정책연구 32권 1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139-155 (1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에서는 재정자립도와 사회복지예산의 관계를 시·군·구 유형별로 비교분석을 실시하였다. 중앙정부의 정권변동이 지방정부의 재정자립도와 복지예산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서도 함께 분석하였다. 분석 자료는 통계청의 e-지방지표에 포함되어 있는 시·군·구의 재정자립도와 복지예산 비율로서 본 연구에서는 2004년부터 2016년까지의 자료를 정권별로 통합하여 활용하였다. 분석 결과, 시·군·구 단위 지방정부의 재정자립도와 사회복지지출 비중의 관계는 한 마디로 단순화시켜 설명하기 어려웠지만 몇 가지 공통점을 발견할 수 있었다. 첫째, 도시형 지방정부로서 구 단위의 경우 재정자립도와 사회복지지출 비중은 부의 관계가 나타났으며, 이 현상은 노무현 정부에서 가장 뚜렷했다. 그러나 재정자립도가 일정 수준이 넘으면 두 변수의 관계가 부의 관계에서 정의 관계로 바뀌는 현상이 나타났다. 둘째, 시·군 단위 지방정부의 경우도 재정자립도가 일정수준 이하이면 두 변수는 정의 관계였다가 그 수준을 넘어서면 부의 관계로 전환되는 성향이 있었다. 예외가 있었다면 박근혜 정부의 시 단위 지방정부로서 두 변수의 관계는 정의 관계였다. 셋째, 재정자립도와 사회복지지출 비중의 관계를 파악하기 위한 분석 모형으로서 삼차함수 모형의 적합도가 가장 높았다. 삼차함수는 독립변수가 일정 수준을 벗어나면 정의 관계가 부의 관계로 바뀔 수 있고, 부의 관계가 정의 관계로 바뀔 수 있는 성향이 있음을 의미한다.

7지방재정 연도 간 재원안정화 방향의 모색: 미국의 재정안정화 기금을 중심으로

저자 : 이희재 ( Heejae Lee ) , 박현환 ( Hyeonhwan Park )

발행기관 : 중앙대학교 국가정책연구소 간행물 : 국가정책연구 32권 1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157-177 (2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RDF는 회계연도 독립의 원칙에 따른 호황기의 예산 낭비 및 불황기 예산 부족 문제를 해결하여 연도 간 재정 안정화 효과를 가져오게 되므로 최근 미국에서 중요한 제도로 인정받고 있으며, 도입 및 그 규모가 확산되고 있는 제도이다. 우리나라에서도 지난 2016년 11월 경상남도를 시작으로 2018년 3월 현재 17개 자치단체가 재정안정화기금을 도입한 상황이며, 추가로 도입을 고려하고 있는 자치단체들도 많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미국의 RDF에 대해 살펴보고, 이 제도를 한국에 적용하기 위한 시사점을 검토해 보았다. 재정안정화기금의 조성방법, 규모, 운용방법, 사용조건을 검토하여 운영에 대한 시사점을 얻었으며, 재정안정화 기금의 도입을 위해서는 지방교부세제도와의 조화와 도입 유인책 마련이 필수적이라는 것을 발견하였다.

8김일성과 김정일의 우상화 정책 비교 연구

저자 : 정민섭 ( Min Sub Jung ) , 남궁승필 ( Seung Pil Namkung ) , 박상혁 ( Sang Hyuk Park )

발행기관 : 중앙대학교 국가정책연구소 간행물 : 국가정책연구 32권 1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179-200 (2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북한이 김일성과 김정일에 대한 우상화 정책을 어떠한 방식으로 전개시켜왔고, 이러한 우상화 정책이 북한 내부에 어떠한 영향을 미쳤는지 규명해 보고자 하였다. 북한에서 최고지도자에 대한 우상화는 3대 세습정권과 북한 체제를 존속가능하게 한 중요한 요인 중에 하나라는 점에서 북한사회를 이해하는 중요한 열쇠이다.
북한은 우상화 정책이 주민들이 정치권력을 합리적이든, 비합리적이든지 정당한 것으로 받아들이고 복종하게 하는 가장 효과적인 수단으로 판단하고 인간의 감성과 이성이라는 특성에 주지하여 우상화 정책을 전개하였다. 김일성과 김정일은 미란다나 크레덴다 어느 한 가지 정책만을 사용하는 것이 아닌 국내외적 상황과 지배자의 정치권력 수준 내지 지도력을 감안하여 미란다와 크레덴다 우상화 정책을 같이 사용하여 시너지 효과를 달성하였다. 그러나 김일성의 경우, 집권초기에는 미란다 위주 우상화 정책에 무게를 두었으며, 집권중반 이후에는 크레덴다 위주로 전환한 반면에 김정일은 집권초기부터 크레덴다에 무게를 두었다가 집권 중기 이후 미란다 위주로 정책을 전환하였다.
이러한 북한의 우상화 정책은 체제 및 정치권력 유지에 있어 충성심을 고양시킴으로써 권력유지에 크게 기여하고, 내부위협을 제거함으로써 외부위협에 효과적인 대처가 가능하며, 권력승계와 정치지도자 보호에 기여하였다. 김일성과 김정일에 이어 현재 김정은까지 세습정권이 장기간 존속될 수 있었던 요인은 단순히 물리적 강제력이나 통제력뿐만 아니라 능동적이든 수동적이든 간에 우상화의 효과가 인민의 동의 속에 작동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할 수 있다.

1
주제별 간행물
간행물명 수록권호

KCI등재

국가정책연구
32권 4호 ~ 32권 4호

KCI등재

의정연구
55권 0호 ~ 55권 0호

KCI등재

행정논총
56권 4호 ~ 56권 4호

KCI등재

Korean Journal of Policy Studies
33권 3호 ~ 33권 3호

KCI등재

한국행정사학지
44권 0호 ~ 44권 0호

KCI등재

한국자치행정학보
32권 4호 ~ 32권 4호

KCI등재

한국지방행정학보 (KLAR)
15권 3호 ~ 15권 3호

KCI등재

한국행정연구
27권 4호 ~ 27권 4호

The KAPS
55권 0호 ~ 55권 0호

KCI등재

한국자치행정학보
32권 4호 ~ 32권 4호

KCI등재

Korean Journal of Policy Studies
33권 3호 ~ 33권 3호

KCI등재

Korean Journal of Policy Studies
33권 3호 ~ 33권 3호

KCI등재

정부학연구
24권 3호 ~ 24권 3호

KCI등재

한국비교정부학보
22권 4호 ~ 22권 4호

International Journal of Policy Studies
9권 2호 ~ 9권 2호

KCI등재

한국경찰학회보
73권 0호 ~ 73권 0호

도시문제
53권 601호 ~ 53권 601호

지방행정
67권 782호 ~ 67권 782호

KCI등재

지방행정연구
32권 4호 ~ 32권 4호

KCI등재

국정관리연구
13권 3호 ~ 13권 3호
발행기관 최신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발행기관 최신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