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문 상세보기

한국동남아학회> 동남아시아연구> 아세안의 한중일과의 자유무역협정에 관한 정성 및 정량적 분석

KCI등재

아세안의 한중일과의 자유무역협정에 관한 정성 및 정량적 분석

Articles : ASEAN`s Free Trade Agreements with China, Japan and Korea: A Qualitative and Quantitative Analysis

박동현 ( Dong Hyun Park ) , 박인원 ( Inn Won Park ) , 박순찬 ( Soon Chan Park )
  • : 한국동남아학회
  • : 동남아시아연구 24권2호
  • : 연속간행물
  • : 2014년 05월
  • : 1-33(33pages)
피인용수 : 17건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DOI


목차

Ⅰ. Introduction
Ⅱ. Global Financial Crisis and Intra-East Asian Integration
Ⅲ. Qualitative Assessment of ASEAN’s FTAs with China, Japan and Korea
Ⅳ. Quantitative Assessment of ASEAN’s FTAs with China, Japan and Korea: CGE model
V. Concluding Observations

키워드 보기


초록 보기

아세안은 한중일과의 무역을 통한 경제적 연계의 심화현상과 최 근 글로벌 위기로 인한 경기침체를 고려하여 새로운 경제성장추진을 위해 동북아의 한중일 삼국과의 무역자유화를 적극 추진하고 있 다. 이미 ASEAN-중국, ASEAN-일본, ASEAN-한국 양자간 자유무 역협정(FTA)이 발효되어 실행되고 있으며, 이들 3개 양자협정을 아 우르는 A+3FTA(ASEAN+중국+일본+한국) 논의도 진행중이다. 이 에 본 연구는 이들 4개 자유무역협정의 경제적 효과를 분석하여 과 연 A+3FTA가 아세안은 물론 동아시아 역내에서 보다 바람직한 통상정책인지를 평가한다. 본 논문의 정성적 평가는 기존의 경제통합의 경제적 효과를 결정 하는 이론에 근거하여 참여국의 제반 경제적 현황(경제규모, 소득수준, 경제개발수준, 거래비용, 무역 및 산업구조, 관세율 등)을 통계적으로 비교·분석한다. 한편 정량적 평가는 무역의 경제적 파급효과 분 석에 널리 이용되고 있는 연산가능한 일반균형모형(CGE)분석방법을 적용한다. 정태적 효과의 분석을 위해서 GTAP 모형을 이용하며, 이와 더불어 동태적으로 투자를 통한 자본축적을 반영하는 자본축적 CGE 모형분석을 병행한다. 분석결과 후생 및 생산확대 측면에서 아세안의 경우 일본과의 양 자간 FTA가 한국이나 중국과의 FTA에 비해 보다 긍정적인 후생증 진을 가져올 것으로 기대되며, 아세안과 한중일 모두에게 A+3FTA 가 동아시아 역내에서 보다 바람직한 자유무역협정이 될 것으로 평가된다.

						

UCI(KEPA)

I410-ECN-0102-2015-900-000368874

간행물정보

  • : 사회과학분야  > 인문지리
  • : KCI등재
  • :
  • : 계간
  • : 1229-6899
  • :
  • : 학술지
  • : 연속간행물
  • : 1992-2019
  • : 504


저작권 안내

한국학술정보㈜의 모든 학술 자료는 각 학회 및 기관과 저작권 계약을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이에 본 자료를 상업적 이용, 무단 배포 등 불법적으로 이용할 시에는 저작권법 및 관계법령에 따른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발행기관 최신논문
| | | | 다운로드

1아세안의 한중일과의 자유무역협정에 관한 정성 및 정량적 분석

저자 : 박동현 ( Dong Hyun Park ) , 박인원 ( Inn Won Park ) , 박순찬 ( Soon Chan Park )

발행기관 : 한국동남아학회 간행물 : 동남아시아연구 24권 2호 발행 연도 : 2014 페이지 : pp. 1-33 (3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아세안은 한중일과의 무역을 통한 경제적 연계의 심화현상과 최 근 글로벌 위기로 인한 경기침체를 고려하여 새로운 경제성장추진을 위해 동북아의 한중일 삼국과의 무역자유화를 적극 추진하고 있 다. 이미 ASEAN-중국, ASEAN-일본, ASEAN-한국 양자간 자유무 역협정(FTA)이 발효되어 실행되고 있으며, 이들 3개 양자협정을 아 우르는 A+3FTA(ASEAN+중국+일본+한국) 논의도 진행중이다. 이 에 본 연구는 이들 4개 자유무역협정의 경제적 효과를 분석하여 과 연 A+3FTA가 아세안은 물론 동아시아 역내에서 보다 바람직한 통상정책인지를 평가한다. 본 논문의 정성적 평가는 기존의 경제통합의 경제적 효과를 결정 하는 이론에 근거하여 참여국의 제반 경제적 현황(경제규모, 소득수준, 경제개발수준, 거래비용, 무역 및 산업구조, 관세율 등)을 통계적으로 비교·분석한다. 한편 정량적 평가는 무역의 경제적 파급효과 분 석에 널리 이용되고 있는 연산가능한 일반균형모형(CGE)분석방법을 적용한다. 정태적 효과의 분석을 위해서 GTAP 모형을 이용하며, 이와 더불어 동태적으로 투자를 통한 자본축적을 반영하는 자본축적 CGE 모형분석을 병행한다. 분석결과 후생 및 생산확대 측면에서 아세안의 경우 일본과의 양 자간 FTA가 한국이나 중국과의 FTA에 비해 보다 긍정적인 후생증 진을 가져올 것으로 기대되며, 아세안과 한중일 모두에게 A+3FTA 가 동아시아 역내에서 보다 바람직한 자유무역협정이 될 것으로 평가된다.

2동남아시아 역내교역 결정요인 분석 및 시사점

저자 : 나희량 ( Hee Ryang Ra )

발행기관 : 한국동남아학회 간행물 : 동남아시아연구 24권 2호 발행 연도 : 2014 페이지 : pp. 35-79 (4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This study examines the measures for the activation and the growth of intra-regional trade in Southeast Asia taking a look at the four dimensions of tariff rates, non-tariff barriers, trade facilitations, and trade infrastructures. Utilizing a gravity model, we performed empirical analysis and discussed the policy implications with the priorities to implement. To expand the intra-regional trade in Southeast Asia it would be necessary to enhance the level of trade facilitations and provide trade infrastructures, such as ports and airports as well as cutting the tariff rates and eliminating the non-trade barriers. In particular, in the case of exports of ASEAN6 to ASEAN6 the infrastructure is the important factor. Also, in the case of the exports of ASEAN6 to CLMV(Cambodia, Laos, Myanmar, and Vietnam), it is expected that eliminating non-tariff barriers and enhancing trade facilitations may play important roles in the progress of intra-regional trade. These results may provide the important implications for Southeast Asian countries, which are trying to promote intra-regional trade ahead of the constitution of ASEAN Economic Community by 2015. Southeast Asian countries could be evaluated to achieve a certain level of trade liberalization and economic integration through the formation of AFTA. But in order for Southeast Asia to develop to advanced economic integrated region it requires mutual cooperations and policy harmonizations among regional countries. Also, for the elimination of non-tariff barriers, promoting trade facilitations, and providing infrastructures, the administrative, legal, and institutional measures would have to be fulfilled in advance. In addition, capital investment for constructing infrastructures would be necessary to realize the intra-regional trade expansion. However, to achieve the goal, it would require a large capital investment and highly mandated policy considerations and harmonizations among Southeast Asian countries in terms of further trade liberalization and economic integration.

3해외투자 한인기업 노사관계의 현지화: 미원인도네시아 사례연구

저자 : 전제성 ( Jeon Je Seong )

발행기관 : 한국동남아학회 간행물 : 동남아시아연구 24권 2호 발행 연도 : 2014 페이지 : pp. 81-126 (4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Localization of overseas Korean companies has been regarded as one of vital tasks or strategies for decades. However, labor relations have not been the main object of Korean academic researchers. In this paper, I attempt to analyze strategies of localization in labor relations adopted by overseas Korean companies through a qualitative case study of PT. Miwon Indonesia, which has run business successfully for 40 years with recently achieved industrial peace. The company minimized Korean staffs and maximized Indonesian staffs. It pays more than minimum wage, and observes labor law when using outsourcing workers. The managers of the company recognize their labor union as management partner and support union activities through paying bonus for the union head and travel allowances for solidarity gatherings. There is no discrimination between plural unions. Furthermore, collective bargaining is led by indigenous managers according to the musyawarah, a local principle of bargaining. Therefore, PT. Miwon Indonesia could be regarded as a forerunner of localization in labor management among Korean companies in Indonesia. Miwon`s case will serve a useful reference when discussing localization of labor management strategies.

4민족혁명과 시민혁명: 타이와 미얀마

저자 : 박은홍 ( Eun Hong Park )

발행기관 : 한국동남아학회 간행물 : 동남아시아연구 24권 2호 발행 연도 : 2014 페이지 : pp. 127-165 (3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This article regards the phase of political confrontations in Thailand and Burma as a prolonged and inconclusive political struggle between national revolution forces and civil revolution forces. It argues that in Thai case, anti-monarchy constitutional revolution has led to a right-wing national revolution based on state nationalism consolidating capitalist economic system by Sarit`s military coup, while in Burmese case, anti-British imperialism movement in colonial era has resulted in a left-wing national revolution grounded on state nationalism associating with socialist economic system by Ne Win`s military coup. It is also interesting to note that the two cases experienced state nationalism denying autonomous civil society as a process of nation-building in spite of their contrasting ideologies. In both cases, it became inevitable to have national revolution forces clinging to official nationalism and state nationalism confronting with civil revolution forces seeking popular nationalism and liberal nationalism. In particular, unlike Burmese society, Thai society, without colonial history has never experienced a civil war mobilizing anti-colonial popular nationalism including ethnicrevolt. This article considers Dankwart Rustow`s argument that national unity as a background condition must precede all the other phases of democratization, but that otherwise its timing is irrelevant. In this context, Thai democratization without national unity which began earlier than Burmese is taking a backward step. For the time being, there would be no solution map to overcome severe political polarization between the right-wing national revolution forces defending official nationalism cum state nationalism and the civil revolution forces trying to go beyond official nationalism towards popular nationalism cum liberal nationalism. In contrast, paradoxically belated Burmese democratization has just taken a big leap in escaping from serious and inconclusive nature of political struggle between the left-wing national revolution forces to defend official nationalism cum state nationalism and civil revolution based on popular nationalism cum liberal nationalism towards a reconciliation phase in order to seek solutions for internal conflicts. The two case studies imply that national unity is not a background condition, but a consequence of the process of political polarization and reconciliation between national revolution forces and civil revolution forces.

5캄보디아와 라오스의 소규모 고무 자작농 생계에 관한 비교 연구

저자 : Edo Andriesse

발행기관 : 한국동남아학회 간행물 : 동남아시아연구 24권 2호 발행 연도 : 2014 페이지 : pp. 167-206 (4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메콩 경제권(GMS)의 다양한 개발 현장 속에서 고무 나무로부터 채취하는 라텍스는 캄보디아, 라오스를 포함한 인도 차이나 반도 국 가들 사이에서 주요 농업 활동으로 주목 받고 있다. 그러나 캄보디아 와 라오스의 대형 플랜테이션은 여러 부정적인 결과들을 낳고 있다. 토지 점유, 계약 농업을 통한 착취 등으로 인해 역설적으로 농촌의 빈곤은 증가하고 있고 해외 투자자에 대한 재정적, 기술적 의존이 심화되고 환경 파괴가 일어나고 있다. 이러한 점들로 인해 소규모 자작농들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 고무 자작농은 고용을 창출하며 토 지 점유를 방지한다. 본 연구는 캄보디아와 라오스의 소규모 고무 자작농들의 생계를 비교하며 고무 호황으로 어떠한 이득을 얻고 어 떠한 형태로 생계를 개선할 수 있는지를 연구한다. 본 연구는 캄보디 아의 Tboung Khmum 구역과 Somsanouk 마을의 사례 연구를 바탕으로 하였다. 실증적인 분석은 세 가지의 이론적 틀을 바탕으로 하였다. 미시-생계 연구, 글로벌 가치사슬 그리고 GMS에 대한 연구들이 다. 실증 분석의 초점은 생계의 변화상과 결과(고용 창출과 빈곤 탈 출)이다. 전체적으로 소규모 고무 자작농은 전망이 밝았으나 앞서언급 된 문제점들로 인해 농촌 문제를 모두 해결할 수 있는 수단은 아니다. 중요한 유사성은 소규모 고무 자작농의 사회경제적 공헌이다. 연 구 지역 두 곳에서 자작농들은 고무 농사는 생계를 개선하는 데에 좋은 수단이라고 답하였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낮은 교육 수준은 그 들의 생계 전략을 불안정하게 하고 있다. 양쪽 지역에서 응답자들은 다른 주민을 따라 고무 농사를 시작했다고 대답했으며 경제, 환경적 인 위험에 대해 충분히 인지하고 있지 못하였다. 이와 관련한 다른 유사점으로 소규모 자작농들을 지원할 수 있는 정부의 개입이 없었 다는 것이다. 자금 조달은 고무 농사의 심각한 애로 사항 중 하나였다. 명확한 차이점으로 Tboung Khmum의 자작농들은 중개 상인에 게 계약 관계를 맺지 않고 라텍스를 판매했으며 Somsanouk의 경우 에는 고무 가격이 국제 시장의 영향을 받음에도 가장 높은 가격을 제시하는 상인에게 농민 전체가 같이 판매를 하였다. 이러한 현상은 GMS 내에서 이루어지고 있는 근대적인 경제 현상 에 농촌 공동체들 이 다양하게 연결 되고 있음을 재확인한다. 게다가 Somsanouk 마을 에서는 사이짓기를 하는 경우가 없었다. 이는 투자자들이 생산량을 극대화하기 위해 자작농들에게 사이짓기를 장려하지 않았기 때문이 다. Tboung Khmum 마을의 경우 고무와 더불어 고무 이전의 주요 작물이던 카사바를 같이 재배했다. 요약하면, 자작농에 의한 소규모 고무농업은 (비록 농촌의 모든 어려움을 해결할 수는 없지만) 토지 점유 등 부정적 현상이 나타나는 대규모 플렌테이션에 비해 유의미한 일자리를 창출하는 등 미래를 위한 보다 나은 대안이 될 수 있다. 농촌 생활의 질을 개선하기 위해서는 7년 간의 고무 생육기간 동안 농가가 감수해야 하는 사회-경제적 불안정성을 해결하고 대안적 소 득원을 마련할 필요가 있다.

6초국적 이주로서의 조기유학: 싱가포르의 한국인 조기 유학생 추적 조사를 통한 이동성(mobility) 유형화

저자 : 김지훈 ( Jee Hun Kim )

발행기관 : 한국동남아학회 간행물 : 동남아시아연구 24권 2호 발행 연도 : 2014 페이지 : pp. 207-251 (4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This study explores the mobility patterns of Korean Early Study Aborad (ESA, hereafter) students in Singapore through a follow-up longitudinal case study, which was initially conducted about five years before current study. This study takes up transnational migration approach, focusing on family strategies and mobilization, which steer their mobility. Interviews with seven original families as well as seven more families additionally recruited in Singapore in 2012 were collected and analyzed by using NVivo 9. In short, this study found that transnational mobility is composed of mobilities at global, regional and local levels. There were four types of mobilities; continuation of stay in Singapore, move from a third county to Singapore, return to Korea, and, what this research calls, fluid mobility. Examining the process of these mobilities shows that we need to consider at least three factors (performance of children`s schooling; change of family circumstances; context of reception for both Singapore and Korea) as basic backgrounds. On this basis, the interplay between the context of receptions when aspirations for children`s advancement by these transnational families made either facilitate or constrain their mobilities: contexts of Singapore and Korea may play a role of hurdle or trampoline. Also, local context of Singapore largely facilitates mobilities of Korean ESA families at both local and global level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키워드 보기
초록보기
1
주제별 간행물
간행물명 수록권호

KCI등재

한국지리학회지
8권 2호 ~ 8권 2호

중국사회과학논총
1권 2호 ~ 1권 2호

제주도연구
52권 0호 ~ 52권 0호

제주학회 학술발표논문집
2017권 2호 ~ 2017권 2호

KCI등재

한국도시지리학회지
22권 2호 ~ 22권 2호

KCI등재

항도부산
38권 0호 ~ 38권 0호

제주학회 학술발표논문집
2019권 1호 ~ 2019권 1호

제주학회 학술발표논문집
2018권 2호 ~ 2018권 2호

성균차이나브리프
7권 2호 ~ 7권 3호

KCI등재

Mediterranean review
12권 1호 ~ 12권 1호

KCI등재

한중사회과학연구
52권 0호 ~ 52권 0호

KCI등재

한국사진지리학회지
29권 2호 ~ 29권 2호

KCI등재

미국학
42권 1호 ~ 42권 1호

제주학회 학술발표논문집
2015권 2호 ~ 2015권 2호

수완나부미
11권 1호 ~ 11권 1호

Acta Eurasiatica
10권 1호 ~ 10권 1호

KCI등재

중앙아시아연구
24권 1호 ~ 24권 1호

KCI등재

중동연구
38권 1호 ~ 38권 1호

KCI등재

유럽사회문화
22권 0호 ~ 22권 0호

KCI등재

국토지리학회지
53권 2호 ~ 53권 2호
발행기관 최신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발행기관 최신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