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문 상세보기

한국전통조경학회(구 한국정원학회)> 한국전통조경학회지> 연구논문 : 도심지 내 명승 주변지역 거주민의 의식 연구 -명승 제35호 성락원(城樂園) 주변 역사문화환경 보전지역을 중심으로-

KCI등재

연구논문 : 도심지 내 명승 주변지역 거주민의 의식 연구 -명승 제35호 성락원(城樂園) 주변 역사문화환경 보전지역을 중심으로-

A Study on Inhabitants Consciousness of Urban Residential Area Scenic Sites -Focused on Historical and Cultural Environment Conservation Area of Seongragwon(Scenic Sites no.35) Area-

연웅 ( Ung Yeon ) , 이원호 ( Won Ho Lee ) , 이세미 ( Se Mi Lee )
  • : 한국전통조경학회(구 한국정원학회)
  • : 한국전통조경학회지 31권1호
  • : 연속간행물
  • : 2013년 03월
  • : 38-47(10pages)
피인용수 : 15건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DOI


목차


					

키워드 보기


초록 보기

본 연구는 도심지에 위치한 명승과 그 주변지역을 보존하기 위해 성북동에 위치한 성락원 주변 필지의 면적을 분류한 후, 주변 거주민을 대상으로 명승 지정구역에 대한 의식조사, 만족도를 분석하였다. 연구 방법으로는 해당구역의 지적조사, 문헌조사, 현장조사, 설문조사를 각각 실시하였다. 설문조사에서 회수된 설문지는 문화재 인지도에 대한 빈도분석, 문화재 주변 만족도에 대한 신뢰도 분석, 필지 면적 별 만족도 분석, 전체만족도 관계에 대한 회귀분석, 필지 면적 별 차이검증을 위한 One-way ANOVA를 각각 실시하였다. 전체적인 문화재 인지도 분석 결과, 거주지 가까이에 위치한 서울선잠단지, 성락원, 만해한용운심우장, 상허이태준가옥, 서울한양도성 순으로 알고 있었으며 문화재에 대한 방문이 잘 이루어지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문화재방문목적은 휴식과 산책이 가장 많았으며 문화재 보존관리의 수준은 보통 수준으로 응답하였고 문화재로 인한 불편도 크게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문화재 보존을 위한 규제강도에 대한 인식은 보통수준이었고 문화재가 성북동 이미지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긍정적 반응이 대부분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문화재 자체가 마을 이미지에 긍정적 영향을 미치고 있으나, 문화재에 대한 접근이 쉽지 않고 생활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 것으로 판단된다. 문화재 주변 공간에 대한 전체만족도는 필지의 규모가 클수록 만족도가 높게 나타났으며 성북동 거주민 대부분의 만족도가 높게 나타났다. 소규모 필지(150㎡ 미만) 거주자는 야간보행시 안전성, 재산 가치 상승, 사유재산권 행사, 주변 환경과의 조화, 건축물 외관 상태, 문화·예술·정신 등 비물리적 고유성에 대해 만족도가 낮은 것으로 분석되었다. 이는 대규모 필지에 비해 소규모 필지의 주거환경의 질이 낮고, 성북동 일대의 재개발로 인한 타 지역 주민의 유입, 자유롭지 못한 사유재산권 행사 등으로 해석할 수 있다. 또 시설물(가로등, 안내판 등)의 조화에 대해서 대체로 만족도가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따라서 도심지 내 명승 주변지역의 관리전략 수립 시, 문화재 안내판 시설 확충과 문화재 교육프로그램 도입 등 마을 문화재를 쉽게 접할 수 있도록 하여 문화재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마을 고유성을 유지하는 것이 요구된다.
This study was performed in order to preserve and protect the scenic sites and surrounding environment is located in the Urban Residential Area. After classifying the type of area surrounding parcels of Seongbuk-dong is located in Seongragwon, Satisfaction Survey, scenic sites designated areas for residents living near the analyzed. Research methods, Cadastral research, literature survey, field survey, and the survey was conducted. Cultural heritage awareness about the collected questionnaires of frequency analysis, and reliability analysis for cultural heritages around satisfaction, satisfaction analysis by parcel area, parcel area for the verification of specific differences regression analysis for the full-on relationship satisfaction, one-way ANOVA was conducted for each. Overall Cultural awareness analysis results, the residence is located close to the Seoul Seonjamdanji, Seongragwon, Simujang, Sanghoe Lee Tae-Joon`s houses, Seoul Hanyang castle showed that cultural heritage were know unfulfilled cultural heritage. The purpose of cultural heritage visit was to break/walks. Preservation was usually level and there is no inconvenience caused as a cultural heritage. Regulatory intensity level was usually level and showed a positive reaction to the impact of cultural heritage in Seongbuk-dong image mostly. cultural heritage have a positive impact on the image of the town. but access to cultural heritage is not easy and doesn`t affect the life is expected. Overall satisfaction for cultural heritages in the surrounding space, the larger the size of the lot, and higher satisfaction. Seongbuk-dong most of the residents satisfaction was higher. Small lots of residents showed low satisfaction for safety when walking at night, heritage value rise, private ownership of heritage use, harmony with surrounding environment, Building exterior, non-physical uniqueness like culture·art·mental. It can be interpreted that small lots of residential environment quality is low compared to the large lots, influx of residents in other regions due to the redevelopment of one of Seongbuk-dong, private ownership of heritage use. And generally lower satisfaction on the harmonization of the facility(street lights, signs, etc.). Therefore cultural heritage signs for facility expansion, cultural educational programs, will be needed to maintain the uniqueness village when scenic sites in the city center around the area of management strategy.

UCI(KEPA)

I410-ECN-0102-2014-400-002000998

간행물정보

  • : 농학분야  > 조경
  • : KCI등재
  • :
  • : 계간
  • : 1738-236x
  • : 2384-1478
  • : 학술지
  • : 연속간행물
  • : 1982-2019
  • : 1184


저작권 안내

한국학술정보㈜의 모든 학술 자료는 각 학회 및 기관과 저작권 계약을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이에 본 자료를 상업적 이용, 무단 배포 등 불법적으로 이용할 시에는 저작권법 및 관계법령에 따른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발행기관 최신논문
| | | | 다운로드

1연구논문 : 한국 전통 석가산에 표상된 함의성

저자 : 최우영 ( Woo Young Choi ) , 윤영조 ( Young Jo Yoon ) , 서옥하 ( Ok Ha Seo ) , 윤영활 ( Young Hwal Yoon )

발행기관 : 한국전통조경학회(구 한국정원학회) 간행물 : 한국전통조경학회지 31권 1호 발행 연도 : 2013 페이지 : pp. 1-12 (1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한국의 전통 석가산(石假山)은 고려시대 창안되어 조선시대로 계승된 우리의 우수한 석정문화(石庭文化)이다. 이 연구는 고려시대와 조선시대 석가산 문화가 시대 흐름에 따라 석가산 내면에 어떠한 함의성(含意性)을 표상하며 계승되어 왔는지를 분석하였다. 고려시대 산악형 풍경을 모사해 창안한 한국의 전통 석가산은 괴석을 소재로 진산(眞山)을 모사한 작은 인공가산(人工假山)을 만들었다. 그리고 산수풍경을 축경적(縮景的)으로 재현하고 심산유곡의 흥취를 집안에서 와유(臥遊)하며, 풍류를 즐기는 동시에 정서적 안정과 치유라는 실용적 측면의 경물(景物)로서의 심미적 풍경의 산수체험을 석가산을 통해 경험하였다. 이러한 석가산은 내향적으로는 경물 자체의 형식미를 초월하며 불로장생을 염원하는 삼신산(영주, 봉래, 방장)과 도교적 신선사상이 응축된 오악(숭산, 태산, 화산, 항산, 형산)을 표상하며, 신선계(神仙界)를 이상향적으로 나타내고자 하였다. 또한 석가산을 대하며 유교의 요산요수(樂山樂水)의 교훈을 실천해 심성을 가다듬고, 중국의 명산명호(名山名湖)를 모방하는 등 석가산 내면에 다양한 함의성을 포용하며 변천, 발달하였다. 한국의 전통 석가산은 심미적 풍경의 산수체험은 물론 실용적 경물로서의 형식미를 초월하며, 석가산의 심오한 상징적 함의성을 표상하여 무한한 상상의 관념적 공간으로 승화시켰다.

2정년퇴임기념 특집 : 퇴임사

저자 : 윤영활

발행기관 : 한국전통조경학회(구 한국정원학회) 간행물 : 한국전통조경학회지 31권 1호 발행 연도 : 2013 페이지 : pp. 5-6 (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키워드 보기
초록보기

3연구논문 : 안동 하회마을 부용대(芙蓉臺) 일원의 식물상 및 관리방안

저자 : 오현경 ( Hyun Kyung Oh ) , 노재현 ( Jae Hyun Rho ) , 최영현 ( Yung Hyun Choi )

발행기관 : 한국전통조경학회(구 한국정원학회) 간행물 : 한국전통조경학회지 31권 1호 발행 연도 : 2013 페이지 : pp. 13-27 (1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안동 하회마을의 최적의 조망점이자 요처인 옥연정사와 겸암정사를 포함한 부용대 일원의 식물상을 파악하고, 이를 근거로 민속마을이자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포함된 부용대 일원의 식생 관리방안을 제시할 목적으로 시도되었다. 본 연구의 주요 결과는 다음과 같다. 안동 부용대 일원의 전체식물상은 89과 217속 251종 1아종 38변종 11품종으로 총 301분류군이 확인되었다. 부용대 일원의 대표적 식생은 소나무림이며, 겸암정사 주변은 굴참나무림, 부용대 하식애는 모감주나무림으로 각각 구분되었다. 전체식물상 중 희귀식물은 원지, 모감주나무 등 14분류군이, 특산식물은 병꽃나무 등 7분류군이 확인되었다. 식물구계학적 특정식물은 Ⅳ등급에 원지 등 4분류군, Ⅲ등급에 금털고사리, 애기석위 등 10분류군, Ⅰ등급에 시무나무, 묏대추 등 13분류군으로 총 32분류군이 확인되었다. 또한 석회암지대 지표식물은 금털고사리, 왕팽나무, 절국대, 더위지기 등 총 11분류군으로 확인되었다. 귀화식물은 야생팬지, 붉은서나물 등 25분류군으로 구분되었으며, 이중 생태계교란식물인 가시박의 침입이 확인되었다. 이에 따라 귀화율(NR)은 8.3%이며, 도시화지수(UI)는 7.8%에 해당된다. 부용대의 고유한 전통 식생으로서의 회복을 위해서는 소나무림 상층의 리기다소나무와 중층의 물오리나무 점진적인 간벌이 필요하며, 겸암정사 주변에서 발견된 가시박을 비롯한 귀화식물에 대한 점진적인 제거방법의 마련과 장기적인 모니터링을 통한 지속적인 관리방안이 요구된다. 특히 화천서원 주변에 의도적으로 도입된 관상 및 경작외래식물인 뚱딴지는 자생식물로 대체되어야 할 것이다. 한편, 이 지역 희귀 및 특산식물인 원지는 현자생지 보전, 추가 자생지 확인 및 종자확보 등 유전자원의 현지 내외 보전이 반드시 필요한 식물이며, 부용대 하식애지형 특성을 잘 보여주는 모감주나무를 비롯하여 금털고사리, 절국대, 묏대추, 애기석위, 왕팽나무의 적극적 보존이 요망된다. 또한 갈모바위 부근에서 층길에 이르는 구간에 군락형태로 유지되는 등나무도 당분간 보호 및 관찰이 필요하며, 더불어 하식애 옥연정사에서 겸암정사에 이르는 층길의 안전성 확보를 전제로 교육적 활용을 위한 안내 해설판이 요구된다.

4연구논문 : 남산공원 태동기의 공간별 활용 유형 -1883∼1917년까지 신문기사를 중심으로-

저자 : 서영애 ( Young Ai Seo ) , 손용훈 ( Yong Hoon Son )

발행기관 : 한국전통조경학회(구 한국정원학회) 간행물 : 한국전통조경학회지 31권 1호 발행 연도 : 2013 페이지 : pp. 28-37 (1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남산은 서울의 상징경관으로서 물리적인 변화 뿐 아니라 인간에 의한 이용과 그 특성도 변화해 왔다. 긴 시간동안 축적된 다양한 이야기가 담긴 문화경관으로서의 남산연구가 필요한 시점이다. 특히 근대적인 공원으로 태동하는 시기에 어떤 이용적 특성이 있었는지를 구체적으로 파악하는 것은 도시공원사 연구의 중요한 과제다. 따라서 본 연구의 목적은 1917년 수립된 '경성부 남산공원설계안'이 작성되던 시기에 남산공원의 활용유형을 파악하고 공간별 특성을 고찰하는 것이다. 연구의 진행은 공원설계안상의 현황분석을 토대로 신문기사를 주요 분석자료로 했고 그 외 문헌, 고지도, 사진, 엽서자료 등을 활용했다. 연구의 시간적 범위로는 남산공원 태동기라고 볼 수 있는 시기인 개항기 이후 최초의 신문이 창간된 1883년부터 1917년까지로 설정했다. 남산이 공원으로 활용되던 주요 공간은 한양공원, 왜성대 공원, 노인정, 장충단, 그리고 그 외 자연상태의 남산이었다. 분석자료를 토대로 각 공간의 주된 이용 유형을 살펴보면 남산은 이용자들에게 공공행사, 사건, 참배, 운동회, 견학, 산책공간 등으로 이용되었으며, 이용적 특성으로 각 공간별 성격을 규정하면 근린공원, 실외 커뮤니티공간, 실내 커뮤니티공간, 운동장, 자연공원 등의 특성을 가진 것으로 분석되었다. 본 연구는 남산공원 태동기에 이미 남산은 근대공원으로서의 도시적 활동을 담는 장소였음을 확인한 점과 구체적으로 어떠한 도시적 활동이 남산에 존재했는지를 파악한 점에서 공원사의 연구로서 의의를 갖는다고 하겠다.

5연구논문 : 도심지 내 명승 주변지역 거주민의 의식 연구 -명승 제35호 성락원(城樂園) 주변 역사문화환경 보전지역을 중심으로-

저자 : 연웅 ( Ung Yeon ) , 이원호 ( Won Ho Lee ) , 이세미 ( Se Mi Lee )

발행기관 : 한국전통조경학회(구 한국정원학회) 간행물 : 한국전통조경학회지 31권 1호 발행 연도 : 2013 페이지 : pp. 38-47 (1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도심지에 위치한 명승과 그 주변지역을 보존하기 위해 성북동에 위치한 성락원 주변 필지의 면적을 분류한 후, 주변 거주민을 대상으로 명승 지정구역에 대한 의식조사, 만족도를 분석하였다. 연구 방법으로는 해당구역의 지적조사, 문헌조사, 현장조사, 설문조사를 각각 실시하였다. 설문조사에서 회수된 설문지는 문화재 인지도에 대한 빈도분석, 문화재 주변 만족도에 대한 신뢰도 분석, 필지 면적 별 만족도 분석, 전체만족도 관계에 대한 회귀분석, 필지 면적 별 차이검증을 위한 One-way ANOVA를 각각 실시하였다. 전체적인 문화재 인지도 분석 결과, 거주지 가까이에 위치한 서울선잠단지, 성락원, 만해한용운심우장, 상허이태준가옥, 서울한양도성 순으로 알고 있었으며 문화재에 대한 방문이 잘 이루어지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문화재방문목적은 휴식과 산책이 가장 많았으며 문화재 보존관리의 수준은 보통 수준으로 응답하였고 문화재로 인한 불편도 크게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문화재 보존을 위한 규제강도에 대한 인식은 보통수준이었고 문화재가 성북동 이미지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긍정적 반응이 대부분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문화재 자체가 마을 이미지에 긍정적 영향을 미치고 있으나, 문화재에 대한 접근이 쉽지 않고 생활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 것으로 판단된다. 문화재 주변 공간에 대한 전체만족도는 필지의 규모가 클수록 만족도가 높게 나타났으며 성북동 거주민 대부분의 만족도가 높게 나타났다. 소규모 필지(150㎡ 미만) 거주자는 야간보행시 안전성, 재산 가치 상승, 사유재산권 행사, 주변 환경과의 조화, 건축물 외관 상태, 문화·예술·정신 등 비물리적 고유성에 대해 만족도가 낮은 것으로 분석되었다. 이는 대규모 필지에 비해 소규모 필지의 주거환경의 질이 낮고, 성북동 일대의 재개발로 인한 타 지역 주민의 유입, 자유롭지 못한 사유재산권 행사 등으로 해석할 수 있다. 또 시설물(가로등, 안내판 등)의 조화에 대해서 대체로 만족도가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따라서 도심지 내 명승 주변지역의 관리전략 수립 시, 문화재 안내판 시설 확충과 문화재 교육프로그램 도입 등 마을 문화재를 쉽게 접할 수 있도록 하여 문화재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마을 고유성을 유지하는 것이 요구된다.

6연구논문 : 「하회십육경(河回十六景)」과 「하외낙강상하일대도(河외洛江上下一帶圖)」를 통해 본 하회16경의 경관상

저자 : 노재현 ( Jae Hyun Rho ) , 이현우 ( Hyun Woo Lee )

발행기관 : 한국전통조경학회(구 한국정원학회) 간행물 : 한국전통조경학회지 31권 1호 발행 연도 : 2013 페이지 : pp. 48-58 (1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하회십육경(河回十六景)``과 ``하외낙강상하일대도(河외洛江上下一帶圖)``의 해석과 분석을 통해 하회16경(시)의 형식과 구조·변화·상징성을 밝힌 본 연구의 결과는 아래와 같다. 하회16경은 소상팔경 유사형의 집경(集景)으로, 표제어 결속의 일관성은 발견되지 않지만, 내적으로는 산과 강의 수직·수평적 대비효과 및 자연과 인간의 삶이라는 대비적 풍경 이미지가 강하며, 강, 다리, 계류, 그리고 눈과 비는 모두 ``물(水)``이라는 원초적 생명요소를 통한 의미결속이 이루어지고 있다. 하회16경에는 다채로운 변동요인과 감각 의존성을 바탕으로, 강변 고유의 풍토성을 담은 경물과 현상이 겸암·옥연정사를 조망처로 반경 200m에서 3km의 조망권역에 펼쳐져 있다. 겸암·옥연정사의 조망각은 대칭적으로 마주하여 상호 관입하고 있는 반면, 원지·옥연정사에서는 부용대의 영향으로 시야각이 상호 교차하지 못한 채 독립적인 조망권을 형성하고 있음을 볼 때, 하회16경은 겸암·옥연 2개 정사(精舍)뿐만 아니라 원지·빈연정사의 조망점 보완을 통해 완결된 경관임이 확인되었다. 한편, 「하외낙강상하일대도」에서는 하회16경의 조망처인 겸암·옥연·빈연·원지정사가 뚜렷이 명시되고 있을 뿐 아니라, 화산(花山)·입암(立巖)·마암(馬巖)·송림(松林)·수봉(秀峯)·잔도(棧道)·홍교(虹橋)·반기(盤磯)·적벽(赤壁)·횡주(橫舟)·수림(水林)·평사(平沙) 등 하회16경 중 12개 경이 한정된 조망구도 및 화폭 크기에도 불구하고 상세히 묘사되고 있음을 볼 때 「하외도」는 ``하회16경'을 의식해 표현된 실경산수화적 와유물(臥遊物)일 가능성이 높다. 또한 마을을 에워싸듯 열식된 띠숲은 방사림으로 추정되며, 수목의 표현법을 비교할 때 남쪽 띠숲은 현 만송정 송림과는 다른 활엽수림으로 추론된다. 하회16경에는 자연과 인간의 삶을 연결시키고, 나아가 인간의 삶이 자연에 우선한다는 성리철학적 경향이 읽혀지는데, 이는 하회16경시의 저작자 류원지의 아호 '졸재(拙齋)'에서 보듯이 소박한 일상을 바탕으로 올곧은 선비가 추구하고자 한 도학적 세계에 대한 졸박미(拙撲美)를 기본 정서로 하고 있다. 하회16경시에 드러난 경관상은 이 지역 유자(儒者)들이 부용대와 하회마을 정사(精舍)를 중심으로 한 관념적 사고를 경물과 현상에 의탁해 표현한 도학적 세계관이 반영된 하회마을의 대표적 풍경이다.

7연구논문 : 하회마을 부용대의 경관 해석 및 보전방안 -「옥연서당기(玉淵書堂記)」와 「옥연십영(玉淵十詠)」을 중심으로-

저자 : 노재현 ( Jae Hyun Rho ) , 오현경 ( Hyun Kyung Oh ) , 신상섭 ( Sang Sup Shin )

발행기관 : 한국전통조경학회(구 한국정원학회) 간행물 : 한국전통조경학회지 31권 1호 발행 연도 : 2013 페이지 : pp. 59-70 (1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그동안 하회마을 관련 연구 등에서 철저히 배제되었던, 서애 류성룡이 부용대 일대에 설정한 옥연십영(玉淵十詠)의 존재를 확인하는 한편, 경물의 특성과 의미를 파악함으로써, 부용대 더 나아가서 하회마을 문화경관 부흥에 일조할 수 있는 경관콘텐츠의 보존과 가치 창출 그리고 활용방안을 제시하기 위해 시도되었다. 「옥연서당기(玉淵書堂記)」와 「옥연십영(玉淵十詠)」을 중심으로 살펴 본 연구의 주요 결과는 다음과 같다. 옥연정사 정명(亭名)이기도 한 '옥연(玉淵)`` 바위글씨는 맑고 깨끗한 군자의 도(道)를 상징하는 옥연십영의 중심이자 정사(精舍)의 상징적 장소 표현이다. 옥연십영의 하나인 ``완심재'는 서애가 거처하던 원락재를 중심으로 좌우에 도열된 ``완적(玩寂)``과 ``세심(洗心)``의 당호(堂號)를 합친 명칭으로 추론된다. 완심재는 결국 옥연정사 전체를 지칭하는 경물로, 층길 서단(西端)의 겸암정사와 함께 옥연십영의 핵심이 되고 있다. 옥연십영 10개 경물 중 완심재·간죽문·겸암사·달관대·쌍송애·도화천은 옥연정사에서 겸암정사에 이르는 층길 우측에, 추월담·능파대·계선암·지주암 등은 부용대 하식애 아래 절벽과 하선장(下船場)에 이르는 길에 존재하며, 모두 반경 500m 이내 근경과 중경권에 분포되어 있다. 옥연십영의 어휘소와 문맥의 분석 결과, 물아일체와 자연회귀, 탈속과 달관, 초월과 은일 그리고 독야청정의 기개 등 선비의 지조를 상징하는 유가적(儒家的) 가르침이 팽배되어 있으며, 도화천시와 겸암사시에서는 무릉도원 등 선선경을 동경하는 도교적 속성과 형제간의 우애 등의 정서가 녹아 있다. 옥연십영의 관광 브랜드 및 경관 형성을 위해서는 부용대 권역의 바위글씨 알리기와 10개 경물을 연계한 실경수상뮤지컬 부용지애(芙蓉之愛)의 시놉시스(synopsis) 등을 통한 경관스토리텔링 방안이 마련되어야 할 것으로 본다. 또한 하회마을에서 배를 이용해 하선 지점인 계선암을 기점으로 옥연정사 간죽문에 이르는 체험로와 다시 간죽문에서 겸암정사에 이르는 층길상의 문화경관 조망루트 연계방안이 필요하다. 선결적 보존관리방안으로는 층길의 안전성 확보와 바위글씨의 보호 및 경관해설판 설치, 도화천 바위글씨 주변의 시각 장애수목 제거, 달관대 바위글씨의 재현, 간죽문 밖 대숲의 세력권 확산 및 도화천 주변의 복사나무 식재 등을 지적할 수 있다.

8연구논문 : 창덕궁 후원 존덕정 일원 지당의 변형과 조영경위에 관한 고찰

저자 : 정우진 ( Woo Jin Jung ) , 송석호 ( Suk Ho Song ) , 심우경 ( Woo Kyung Sim )

발행기관 : 한국전통조경학회(구 한국정원학회) 간행물 : 한국전통조경학회지 31권 1호 발행 연도 : 2013 페이지 : pp. 71-86 (1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고종 연간 변형된 창덕궁 존덕정 일원의 지당을 대상으로 변모된 내용과 경위를 구명하고 조선시대 궁원 조영의 통시적 차원에서 이의 내적 맥락을 고찰한 것이다. 도출된 결론은 다음과 같다. 첫째, 존덕정 일원의 지당이 변형되기 시작한 시점은 19세기 후반에 촬영된 사진과 고종실록의 기록을 근거로 고종 21년(1884년)으로 판단하였다. 둘째, 개축 존덕정 일원의 지당은 향원지와 유사한 공간구성을 갖도록 정비되어 갔던 바, 고종이 창덕궁 환어 후 착수한 존덕정 일원 지당의 개조는 경복궁 건청궁과 향원지의 정감을 재현한 결과물로 판단된다. 셋째, 개축 존덕정 일원 지당의 교량은 연경당과 존덕정 영역을 통합하는 후원 기능 확장의 방편으로 활용되었다. 이것은 경복궁에서 건청궁이 향원정을 잇는 취향교를 통해 일대의 공간을 점유했던 방법과 같았다. 넷째, 고종 때에 조성된 존덕정 일원 지당과 향원지는 연경당과 건청궁의 이용을 전제로 한 것이었으며, 나아가 두 일곽의 위상을 반영한 것이었다. 다섯째, 개축 존덕정 일원의 지당은 단순히 고종의 경관을 감상하는 취향에 따라 필요한 공간을 조성한 것이 아니라, 선대부터 전승되어온 후원정당의 맥락상에 있는 조영체로 판단된다.

9연구논문 : 강세황의 「호가유금원기(扈駕遊禁苑記)」로 살펴본 창덕궁 후원의 원형경관 탐색

저자 : 정우진 ( Woo Jin Jung ) , 오이천 ( Lee Chun Oh ) , 심우경 ( Woo Kyung Sim )

발행기관 : 한국전통조경학회(구 한국정원학회) 간행물 : 한국전통조경학회지 31권 1호 발행 연도 : 2013 페이지 : pp. 87-97 (1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강세황의 「호가유금원기」를 통해 정조 연간 창덕궁 후원의 원형적 물상과 전후 변화상을 고찰한 것으로 옥류천, 만송정, 망춘정, 존덕정, 폄우사, 태청문 일대를 대상으로 하였다. 「호가유금원기」에서 묘사한 옥류천 영역의 특징으로는, 소요정을 두른 담장, 부벽준(斧劈준)의 회화 기법처럼 입체적인 산을 표현한 위이암의 형상, 태극정 앞의 지당이 있었다. 강세황이 포착한 태극정 앞의 지당은 「동궐도」에서도 확인되며, 고종황제 즉위 40년을 경축하는 칭경예식 때 원유회장으로 예정되어 있었던 옥류천의 정비과정에서 철거되었던 것으로 판단된다. 후원 꽃구경의 명소였던 망춘정 일대의 특징으로는 조각된 담장으로 둘러싸여 있었으며 담장 내부에는 육면정의 구조를 하고 있는 망춘정이 있고, 그 초석은 백옥으로 조각되어 있었다. 또한 천향각으로 추정되는 낭무가 망춘정과 인접해 있었다. 강세황은 폄우사의 행각, 태청문과 이를 두르고 담장도 자세히 묘사하여 「동궐도」에 나타난 공간구성을 확인시켜 주었다.

10연구논문 : 별서 명승지역 내 노거수목의 관리개선방안

저자 : 이종범 ( Jong Bum Lee ) , 이창훈 ( Chang Hun Lee ) , 최병재 ( Byoung Jae Choi ) , 이재근 ( Jae Keun Lee )

발행기관 : 한국전통조경학회(구 한국정원학회) 간행물 : 한국전통조경학회지 31권 1호 발행 연도 : 2013 페이지 : pp. 98-107 (1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별서의 성격이 나타나는 명승지역의 노거수목은 다른 명승지역보다 인위적 피해에 노출이 심하며, 수령이 많은 수목은 외부 환경조건에 매우 민감하게 반응하므로 그에 상응하는 관리방안이 필요하다. 본 연구는 명승지 중에서 별서의 유형이 나타나는 지역 내 노거수목의 실태를 살펴보고 관리방안을 제시하고자 하였으며, 도출된 결론을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지상부 수목건강도와 관련하여 수관변형, 가지고사, 수피고사가 수세판단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 것으로 분석되었다. 특히, 탐방객이 많은 지역은 고사지와 고사목에 대한 신속한 조치가 요구되었으며, 이용객과 시설물의 안전대책에 대한 관리가 필요하였다. 둘째, 토양환경은 답압과 수세판단에서 높은 상관관계를 나타냈으며, 대상지역 15개소 중 답압에 노출된 수목은 64.2%로 이용객 증가에 따라 수세가 쇠약하였다. 이에 답압에 견딜 수 있는 지표층을 조성하는 방안으로 답압에 강한 초본류의 식재나 이용 동선에 보조시설의 설치도 검토해야 할 것으로 판단된다. 셋째, 대상지는 연못과 계류에 인접한 곳이 많았으며, 수변지역 수목들은 토양과습으로 인한 생육저하 현상이 진행되고 있어 관리대안이 필요한 것으로 조사되었다. 또한, 여름철 집중호우로 인한 퇴수구 막힘 현상은 주변의 토양 과습을 초래하여 수목에는 치명적인 요인으로 작용하므로 장마 전·후에 호안 주변과 물 빠짐부에 대한 정비계획과 시행이 필요하다. 이 외에도 명승지역 별서정원 주요수목의 지속적인 보존을 위한 중장기적인 관리 정책을 계획하고, 대상지별 특징에 따른 수목관리 지침서화 작업을 적극적으로 제안하며, 이러한 체계적인 관리시스템 개발의 연구와 예산확보 등을 통한 유지관리를 위해 전문적인 인력 확보가 요구된다.

12
주제별 간행물
간행물명 수록권호

KCI등재

한국조경학회지
47권 4호 ~ 47권 4호

KCI후보

한국경관학회지
11권 1호 ~ 11권 1호

KCI등재

한국전통조경학회지
37권 2호 ~ 37권 2호

KCI등재

한국조경학회지
47권 3호 ~ 47권 3호

한국조경학회 학술발표논문집
2019권 1호 ~ 2019권 1호

KCI등재

한국전통조경학회지
37권 1호 ~ 37권 1호

KCI등재

한국조경학회지
47권 2호 ~ 47권 2호

KCI후보

한국경관학회지
5권 1호 ~ 7권 2호

KCI후보

한국경관학회지
3권 1호 ~ 9권 2호

KCI등재

한국조경학회지
47권 1호 ~ 47권 1호

KCI후보

한국경관학회지
1권 1호 ~ 2권 2호

Journal of Korean Institute of Traditional Landscape Architecture
16권 0호 ~ 16권 0호

KCI등재

한국전통조경학회지
36권 4호 ~ 36권 4호

KCI등재

한국조경학회지
46권 6호 ~ 46권 6호

한국조경학회 학술발표논문집
2018권 1호 ~ 2018권 1호

KCI등재

한국조경학회지
46권 5호 ~ 46권 5호

KCI등재

한국전통조경학회지
36권 3호 ~ 36권 3호

KCI등재

한국조경학회지
46권 4호 ~ 46권 4호

KCI등재

한국전통조경학회지
36권 2호 ~ 36권 2호

KCI등재

한국조경학회지
46권 3호 ~ 46권 3호
발행기관 최신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발행기관 최신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