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한국소비자학회> 소비자학연구

소비자학연구 update

JOURNAL OF CONSUMER STUDIES

  • : 한국소비자학회
  • : 사회과학분야  >  경영학
  • : KCI등재
  • :
  • : 연속간행물
  • : 격월
  • : 1226-282x
  • :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1권1호(1990)~30권6호(2019) |수록논문 수 : 1,055
소비자학연구
30권6호(2019년 12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가격과 품질의 손실회피 비대칭성이 가격순서효과에 미치는 영향

저자 : 석관호 ( Suk Kwanho ) , 이지헌 ( Lee Jiheon )

발행기관 : 한국소비자학회 간행물 : 소비자학연구 30권 6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1-19 (1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가격순서효과(price order effect)에 따르면, 소비자들은 대안의 가격이 내림차순(비싼 가격부터 싼 가격의 순서)으로 제시되었을 경우에, 오름차순(싼 가격부터 비싼 가격의 순서)으로 제시되는 경우 보다 더 비싼 제품을 선택할 가능성이 높아진다. 기존의 연구는 가격순서효과가 준거점에 근거한 손실회피 성향 때문에 발생한다고 설명하였다. 본 연구는 기존의 연구를 두 가지 방향으로 확장하였다. 첫 번째는 이론적 확장으로, 일반적인 손실회피 이외에도 가격-품질 손실회피 성향의 비대칭성이 가격순서효과의 한 이유가 된다는 것을 제시하였다. 품질손실회피 성향이 가격손실회피 성향보다 더 크기 때문에, 대안이 품질의 손실로 지각되는 내림차순 조건에서 손실회피의 영향이 더 커질 수 있음을 의미한다. 두 번째는 가격 제시순서로 인한 손실회피의 비대칭성이 고려상표군 형성에 미치는 영향을 검증하였다. 연구의 결과에 따르면 선택 대안의 가격이 내림차순으로 제시되는 경우에, 오름차순으로 제시되는 경우 보다 (1) 고려상표군에 포함된 제품들의 평균가격이 더 높았으며, (2) 더 적은 수의 대안을 포함시키고, 또한 (3) 고려군을 형성하고 있는 대안들의 가격의 범위가 더 좁았다. 이 결과는 기존 이론으로는 설명되지 않으나, 새롭게 제시된 손실회피의 비대칭성으로 설명될 수 있다.


The price order effect refers to the phenomenon that consumers tend to select a higher-price, higher-quality option when choice alternatives are presented in descending price order (i.e., highest to lowest) than in ascending price order (i.e., lowest to highest). The price order effect provides practical implications because consumers frequently make choices among options that are ordered according to price. Major online stores present items in an ordered format and provide a tool for sorting the items in an ascending or a descending order of price. Ordered price-based presentations are also frequently used offline. For instance, price-based ordering is one of the most common presentation formats for restaurant menus.
Reference-dependent loss aversion has been proposed as theory that explains the price order effect. Consumer preferences are reference dependent in that the utility of an alternative can be affected by the standard against which it is evaluated. Thus, what becomes the reference is an important determinant of consumer choice. The information consumers are exposed to earlier is often used as reference standard for evaluating the information that appears later in the sequence. When prices are presented sequentially, people evaluate the current price of a product against its past prices or against the prices of other brands they have previously encountered. In simultaneous format presentations, the options that appear early in the list serve as reference points for the evaluation of the options that appear later. The earlier items also serve as a reference quality, as evidenced by the fact that prices are positively correlated with perceived quality. The reference quality to be higher with a descending than with an ascending price order. For the first-presented option, reference-dependent perception of gainloss is less likely. Because the impact of loss is greater than the impact of gain in terms of its contribution to overall reference-dependent utility, options presented later in the sequence should have a lower reference-dependent utility, regardless of whether the order is ascending or descending. As a result, the average price of the final choice should be higher with a descending than with an ascending price order.
This research extends the theory by proposing that the effect is also accounted for by the asymmetric loss aversion of price and quality. In general, loss aversion is greater for quality than for price. Consumers are reluctant to sacrifice quality in exchange for a lower price, because quality represents the purpose of the purchase, whereas price is perceived as a means for obtaining the quality. Therefore, the impact of loss aversion is greater for quality(i.e., descending price order) than price (i.e., ascending price order), resulting in a greater impact of loss when options are aligned by price in descending than in ascending order.
Two empirical studies tested (1) asymmetry of quality and price losses that is a key assumption of the proposed extended theory and (2) the influence of price presentation order on the formation of consideration sets. Study 1 tested the asymmetric loss aversion for quality and price using a multinomial logit model. The data used for the analysis were consumer choice of an option given the list of items presented in either ascending or descending order. Participants were also presented with quality information of options. Depending on the condition, quality scores were either positively correlated with prices or not correlated with prices. The model estimated price gain, price loss, quality gain, and quality loss coefficients, in addition to brand preference dummies. The results of Study 1 present evidence supporting that the impact of loss aversion on choice is greater for quality than price.
Study 2 tests the effects of the asymmetry in loss aversion on the formation of the consideration set. The formation of the consideration set has no restriction on the number of options selected, thus allowing for testing the asymmetric loss aversion hypothesis by examining the size and composition of the consideration set. Because the impact of loss is greater for quality than for price, the perceived loss of the options presented later compared to those presented earlier should be greater with a descending price order than with an ascending order. Thus, it is predicted that the size of consideration set will be smaller and the price range of the items in the set will be narrower when the price order is descending than ascending. It is also predicted that the average price of the options included in the consideration set will be higher with the descending order, as we found for the choice task. The results show that the brands included in the consideration set are higher in price, smaller in number, and narrower in the price range in descending price order than in ascending price order. These findings are explained by the proposed extended theory that incorporates asymmetrical influences of quality and price loss aversion.

KCI등재

2의료 서비스의 실패 상황에서 서비스 회복 보상과 진정성이 서비스 이용 행동에 미치는 영향

저자 : 강민정 ( Kang Minjung ) , 한상린 ( Han Sang-lin ) , 백민선 ( Baek Min Seon )

발행기관 : 한국소비자학회 간행물 : 소비자학연구 30권 6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21-50 (3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의료 서비스의 실패 상황에서 의료 서비스 제공자가 제시하는 서비스 회복 보상과 진정성이 서비스 이용자의 이용 행동에 미치는 영향에 대하여 연구하였다. 의료 서비스는 고객의 건강 및 생명과 직접적인 관련이 되어 전문적인 서비스 수행이 필요하며, 고객은 서비스 실패 시 심각성을 크게 느낄 것이다. 그리고 서비스가 고객의 신체를 통해 이루어지기 때문에 서비스 제공자와의 접촉 빈도가 매우 높고, 고객은 서비스 제공자의 진정성에 대해 민감하게 느낄 것이다. 또한 고객의 건강 및 질병의 수준에 따라 서비스 제공자에 대한 의존도가 높아질 것이다. 이로 인해 다른 환대 서비스와는 달리 서비스 실패 시 서비스 회복 보상에 대한 선호와 서비스 제공자의 진정성에 대해 어떻게 인식하는가에 대한 연구가 필요하다고 판단하여 본 연구를 진행하였다.
분석결과 서비스 회복 노력 중 사과 및 자세한 설명만 몰입(감정적, 계산적, 규범적 몰입)에 정(+)의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서비스 제공자의 진정성은 고객지향적 진정성만이 몰입(감정적, 계산적, 규범적 몰입)에 정(+)의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따라서 본 연구의 이론적인 관점의 시사점은 첫째, 서비스 실패 시 의료 서비스 기관에서 제공하는 서비스 회복 보상과 의료 서비스 제공자의 진정성 중 고객의 장기적인 거래 관계를 형성하는데 중요한 변수를 찾아냈다는 점이다. 둘째, 조사 대상을 다른 의료 서비스 연구에서 주로 볼 수 있는 서비스 접점에서 실패(예약, 대기 시간이 길어짐 등)가 아닌 의료 시술 및 수술을 받은 후 실패를 경험한 고객을 선정하였다는 점은 의료 서비스논문에서의 기여점이라고 볼 수 있다. 실무적 관점에서의 시사점은 의료기관에게 의료서비스 실패를 경험한 고객에게 제공해야할 마케팅 전략을 도출하였다는 점이다.


The rapidly aging population, rising income levels and growing interest in well-being are changing the perception of quality of life, healthy life, and the importance of the medical service industry. As a result, market of medical service becomes more competitive. The independent variables consist of the monetary reward, the apologies and the details of explanation as a sub-directional variables. The authenticity is composed of 3 dimensions including service provider, service process, and customer-orientation. The intermediate variable is the commitment which has been reviewed by affect, continuity, a normative approach. It was selected the repurchase intention and the word of mouth as the sub-ordination variable.
The definition of the failure for medical service meant dissatisfaction after the surgery or the treatment. The research has been executed toward the person who felt dissatisfaction after medical service.
From the theoretical point of view of this study, the hypothesis test showed that only apology and detailed explanations among the sub-directional of service recovery efforts had positive effects on commitment(affective, continuous, normative commitment). In addition, only customeroriented authenticity, a subparameter of authenticity, has a positive effect on commitment (affective, continuous, normative commitment). The normative commitment effects on the verbal intention in the aspect of positive, the intention of verbal is supposed to effect on the intention of re-using significantly.
The practical view of this study has been that apologies and detailed explanations are important recovery rewards for service customers who experience medical service failures during marketing activities to attract customers of the medical institution. It also suggests that customer-oriented authenticity rather than authenticity of service personnel or service processes is a key factor in the long-term relationship that can be shaped by the customer's desire to find and provide what services they need.

KCI등재

3심리적 환경요인이 전기차 수용에 미치는 영향: 확장된 계획행동이론의 적용

저자 : 문선정 ( Moon Sun Jung )

발행기관 : 한국소비자학회 간행물 : 소비자학연구 30권 6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51-73 (2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최근 소비자들은 환경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배기가스가 거의 배출되지 않는 전기차에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기존 내연기관 차량과 비교하여 전기차의 가장 큰 특징은 친환경성에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전기차는 자동차시장의 초기단계에 있어 여전히 많은 소비자들은 전기차 기술에 대한 불확실성과 사용에 대한 불편함을 크게 인지하고 있다. 이러한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전기차 수용을 확산시키기 위해서 기업은 전기차의 친환경성만을 맹목적으로 강조하기보다 전기차 수용의도 전환에 영향을 줄 수 있는 소비자의 심리적 환경요인을 이해하여 소비자에게 접근할 필요가 있다. 이에 본 연구는 전기차 수용의도를 예측하기 위한 소비자 심리적 환경요인(그린 자아 정체성, 환경에 대한 지식, 그린 신뢰)의 역할을 살펴보고, 이들 요인이 태도, 주관적 규범, 행동 통제, 그리고 환경에 관한 개인의 도덕적 규범을 매개로 전기차 수용의도에 미치는 영향을 실증 분석하였다. 이론적 모형은 Ajzen의 계획행동 이론에서 환경에 관한 개인의 도덕적 규범을 추가한 확장된 계획행동이론을 제안하였다. 수집된 자료는 SmartPLS 3.0과 IBM SPSS 22를 사용하여 분석하였고, PLS 구조방정식 모형을 적용하였다. 연구 결과, 기존 계획행동이론 모형은 전기차 수용의도를 예측하는 데 매우 효과적임이 증명되었으나, 일부 가설에 대한 결과는 기존 선행연구들과 상반된 결과를 보였다. 계획행동이론에 추가된 개인의 도덕적 규범은 전기차 수용의도에 아무런 영향을 주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환경에 대한 지식은 모든 전기차 수용의도의 모든 선행변수들에 유의한 영향을 미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그린 자아 정체성은 전기차 수용의도의 모든 선행변수에 유의한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그린 신뢰는 행동 통제를 제외한 모든 선행변수들에 유의한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본 연구의 결과를 바탕으로 전기차 수요 확산을 위한 이론적, 그리고 실무적 시사점을 제시하였다.


As Environmental problems are getting worse, a variety of eco-friendly vehicles have been developed and attracted consumer's attention. Consumers are particularly interested in electric vehicle(EV) since it does not have any pollutant emissions. Compared to existing internal combustion engine vehicles, the competitiveness of electric vehicles is eco-friendly. However, many people still feel that there are some inconveniences and uncertainties about electric vehicles. Therefore, rather than blindly emphasizing only the eco-friendliness of electric cars, companies need to understand consumer's environmental psychological factors or motives that may affect the adoption of EV.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amine the role of consumers' psychological environment factors(green self- identity, environmental knowledge, green trust) in order to predict the adoption of EV. The systematic relationship between these factors was analyzed by adding individual moral norms to Ajzen's Theory of Planned Behavior(TPB). PLS structural equation model was applied and the collected data were analyzed using SmartPLS 3.0 and IBM SPSS 22. The results of this study showed that the TPB model was very effective in predicting the adoption of EV. However some results of hypothesis testing are in contradiction with previous research findings. The added individual's moral norms have no effect on the intention of the electric car adoption, and the knowledge of the environment is not significant for all preceding variables of intention. On the other hand, consumers with green self-identity have significant effects on the preceding variables of intention, and green trust was found to have a significant effect on all the preceding variables of intention except perceived behavior control. These findings provide useful implications for the activation of the electric vehicles market.

KCI등재

41인 미디어의 공신력 판단기준에 대한 세부요소 분석: 뷰티유튜버를 중심으로

저자 : 이혜린 ( Lee Haeryn ) , 양미현 ( Yang Mi Hyun ) , 최지희 ( Choi Jihee ) , 김다은 ( Kim Daeun ) , 장수연 ( Jang Su Yeon )

발행기관 : 한국소비자학회 간행물 : 소비자학연구 30권 6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75-95 (2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유튜브 온라인 구전 상황에서 소비자들이 정보원천인 유튜버의 공신력을 어떠한 기준으로 평가하고 이러한 기준이 구전효과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는 지에 대해 뷰티유튜버의 영상을 중심으로 고찰하였다. 유튜브는 소비자들이 온라인 정보검색 서비스 1위인 구글 다음으로 많이 찾는 매체이고 기존 온라인 구전의 특징과는 다른 특성인 구전 발신자 신원의 확실함을 지니고 있다는 특이점이 있다. 뷰티유튜버의 경우, 여성 소비자의 외모 관리 및 구매행동에 막강한 영향력을 행사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로 인해 많은 화장품 회사들이 뷰티유튜버를 통해 자사 제품을 홍보하고 있으며 더 나아가 이들과의 협업을 통해 새로운 제품을 개발하고 또 이를 뷰티유튜버를 통해 홍보, 판매하고 있다.
따라서 유튜브 온라인 구전 상황에서 소비자들이 정보원천의 공신력을 어떻게 판단하고 이것이 구전효과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는 지를 알아보는 것은 필요하다. 이를 위해 심층면접 방법을 통해 정보원천의 공신력 판단 기준과 이에 따른 구전효과에 대해 구체적으로 살펴보고자 한다.
심층면접 결과, 소비자들은 뷰티유튜버 영상을 시청하는 상황에서 정보원천의 공신력을 판단하는 자신만의 기준을 가지고 있었다. 정보원천의 공신력은 크게 전문성, 신뢰성, 매력성으로 구분될 수 있다. 먼저 전문성에 영향을 미치는 요소는 언어적 표현, 화장기술, 유명도, 협찬으로 나타났다. 다음으로, 신뢰성에 영향을 미치는 요소는 유명도, 제품에 대한 태도, 콘텐츠의 일관성, 다른 시청자들의 동조, 협찬으로 나타났다. 마지막으로 매력성에 영향을 미치는 요소는 개성, 친근감, 유사성, 애호성으로 나타났다. 또한 자신이 판단한 정보원천의 공신력에 따라 다른 구전효과가 존재하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특히 유사성이 높을수록 높은 구전효과를 가지고 있었다.
본 연구는 정성적 연구를 통하여 유튜브라는 특수한 구전상황에서 소비자들이 판단하는 정보원천의 공신력 기준에 대해 알아보고 이를 유형화하였다는데 의의가 있다. 또한 이를 통해 유튜브 온라인 구전 상황에서 소비자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더 바람직한 소비환경 마련을 위해 기여할 수 있다. 이러한 연구결과는 실무적 측면에서 시사점을 제공하고 이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혀주는 계기가 될 것이다.


YouTube is the second most popular online information search service for consumers, after Google. In addition, YouTube has the characteristics of both traditional e-WOM and offline WOM, but also has its own unique characteristics. In addition, beauty YouTubers are known to have a strong influence on the appearance management and purchasing behavior of female consumers, and therefore, many cosmetics companies promote their products through these YouTubers, develop new products through collaboration with them, and promote and sell these new products through those Beauty YouTubers. Accordingly, this study aims to suggest consumer criteria of source credibility, and influences of source credibility, to their word-of-mouth effect, within the context of YouTube e-WOM.
The major research findings are as follows: First, consumers had their own criteria for determining source credibility in the context of watching Beauty YouTubers: expertise, trustworthiness and attractiveness. Source credibility can be largely divided into expertise, trustworthiness and attractiveness. Viewers consider both their own and another viewers' evaluations to determine expertise; they assess a YouTuber's linguistic expressions and makeup techniques in judging that expertise, and comprehensively consider famousness and their sponsorships. Linguistic expressions refer to the terms or words that Beauty YouTubers use to describe products; all interviewees rated YouTubers highly professional when they mentioned chemical ingredients and professional or unique terms. Interviewees also felt that Beauty YouTubers have more expertise if the latter have excellent makeup techniques, with judgements based on analyses of their and other people's appearance. The majority of the interviewers recognized the number of subscribers and views of the content as their level of famousness and judges their expertise by these. Interviewers use sponsorships as another criterion to judge Beauty YouTubers' expertise. Sponsorships serve as an element to enhance perceived expertise, but if viewers think YouTubers only advertise sponsored products, they tend to feel their expertise is low.
Viewers personally evaluate a Beauty YouTuber's attitude toward products and the consistency of content uploaded. Beauty YouTubers are thought to demonstrate high trustworthiness when they show a sincere attitude toward the products they review. The reliability of Beauty YouTubers who focus solely on beauty content is, notably, higher than those who upload both beauty and other content. An appropriate numbers of subscribers (a subjective criterion) and views were also found by the majority to have a positive impact on trustworthiness, with trust increasing if the number of subscribers is reasonable according to the interviewee's judgment; otherwise, trust declined. Viewers judge Beauty YouTubers' trustworthiness by referring to comments on videos, as well as just viewing the videos themselves. When a Beauty YouTuber's assessment of products has won acclaim from those who post comments, their credibility increased, but if the video and comments are conflicting, the YouTubers are found less reliable. The sponsorships also affect viewers' trustworthiness for beauty YouTubers. Most of them answer that receiving sponsorship undermines their trust of beauty YouTubers but when beauty YouTubers mentioned both positive and negative information about sponsorship products, trustworthiness turned out to be higher.
Factors affecting attractiveness were individuality, interactivity, similarity and liking. The individuality of Beauty YouTubers is sensed in a variety of ways, including appearance, voice, and personality; viewers judge Beauty YouTubers' attractiveness based on their own tastes, and become fans. For this reason, the individuality of the YouTuber serves as an important criterion for viewers selecting sources of information. Interactivity is felt through a YouTuber's attitude, voice, speech, and communication skills; the more friendly one feels, the more attractive one is judged. High attractiveness can also be judged by viewers' perception of their own similarities with Beauty YouTubers. Liking is a natural creative act, based on interactivity and similarity, as well as affection; it creates viewers' own favorite YouTubers, and thus their source of information.
There is a difference in strength or function between the three important factors in assessing source credibility, leading to oral effects. Interviewees viewed trustworthiness as more important than expertise, and attractiveness has been shown to be the first factor influencing interviewees' continuous consumption of content; no matter how useful that content, it is not consumed in the first place if the viewer is not attracted to the YouTuber.
Degrees of importance vary between these criteria, but in the end all three factors are added to create oral effects on the use and recommendation of Beauty YouTubers. However, purchase intention is not only influenced by the positive attitude about the product, but also by external factors - including possible access to the product - and internal factors - including similarities in consumers' economic conditions, and makeup skills. Therefore, even if oral effects exist according to the source credibility of a Beauty YouTuber, other internal and external elements are involved in the process of connecting their intention to purchase them.
The results of this study suggest a few implications, the first being that Beauty YouTubers must recognize that viewers watch them due to their attractiveness, and should strive to maintain it. In addition, because they think they are getting vivid reviews and know-how from ordinary people, viewers believe in and trust the information obtained from Beauty YouTubers, and the latter should only feature sponsored products that fit their image. Channels should not become too commercialized, and if sponsored, YouTubers should address both advantages and disadvantages of products. It is also important to interact with viewers through comments on the video, as viewers communicate with each other in and judge the trustworthiness of these videos by the comments.
Second, the beauty industry needs to develop effective marketing strategies. Consumers are not only responding to Beauty YouTubers' attractiveness, but also their expertise and trustworthiness. The industry can promote products through YouTubers who are similar to their target markets, since similarity plays a role in purchase intention. In addition, as consumers generally have a negative perception of sponsorships, it is necessary to change the way they sponsor YouTubers, in order to more easily reach consumers.
Consumer education, with practical standards for expertise and trustworthiness, can teach viewers how to evaluate the information currently available on YouTube, and understand how this can lead to purchases. Even though they likely know there is commercial deception, consumers should still be told that they may purchase goods due to their perceptions of YouTubers. Practical standards for expertise and trustworthiness should also be provided, and reduction of excessive sponsorship or products in placement (PPL) currently within TV programs is necessary to reduce consumer damage.

KCI등재

5불균형 데이터 환경에서 가계부채 상환연체 분류를 위한 머신러닝의 활용

저자 : 이종희 ( Lee Jonghee )

발행기관 : 한국소비자학회 간행물 : 소비자학연구 30권 6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97-118 (2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머신러닝(Machine Learning)의 분류모형을 통해 가계부채 상환연체 가능성이 높은 가계를 탐지하고자 하였다. 머신러닝의 예측 모형 중에서 분류모형으로 많이 사용되는 모형으로 이항 로지스틱 회귀분석모형(Binary Logistic Regression Model)과 의사결정나무모형(Decision Tree Model)을 이용하였다. 통계청의 2018년 「가계금융·복지조사」를 활용한 기술통계분석 결과 가계부채 상환연체를 경험한 가계의 비율은 조사대상자의 약 11.1%에 해당하였다. 분류문제에서 특정 범주의 빈도가 다른 범주에 비해 과도하게 높은 데이터불균형 상황에서는 머신러닝 알고리즘의 성능이 저하될 수 있다. 이러한 데이터불균형 문제를 해소하기 위하여 오버 샘플링(Over-sampling)및 다운 샘플링(Down-sampling) 방법을 적용하고, 분류모형의 성능을 개선하고자 하였다. 다양한 분류기법들을 활용하여 도출된 대안적인 모형들의 적합도를 검증한 결과 오버샘플링을 적용한 분류모형의 민감도(Sensitivity)가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예측 및 분류도구로서의 유용성을 판단해보면 민감도가 높으며, ROC곡선 분석 결과가 더 높게 나타난 이항 로지스틱 회석분석모형이 차입가계의 부채상환 연체 모형을 구축하는데 보다 유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This study aims to detect households at high risk of insolvency using The Survey of Household Finances and Living Conditions in 2018. For that purpose, this study uses two machine learning classifiers, Logistic Regression and Decision Tree model for binary classification. As a result of the descriptive statistics, the proportion of the household which fall behind on their debt payment, which can be regarded as households with a high risk of insolvency, accounted for about 11%. It is well known that when the proportion of one class in a dataset is dominant, the prediction performance of classifiers become problematic. It causes the machine learning classifiers to be more biased toward dominant classes. In order to address the degree of imbalance of two classes in data sets, several sampling methods were considered. This study found that Over-sampling techniques achieve in better prediction performance with a higher sensitivity. Based upon the sensitivity and ROC curve of the two techniques, the logistic regression model performed better than the decision tree model.

KCI등재

6소비자 유형에 따른 온라인 트래킹에 대한 인식 차이 분석: 주인-대리인 이론을 중심으로

저자 : 조은선 ( Cho Eunsun ) , 나종연 ( Rha Jong-youn )

발행기관 : 한국소비자학회 간행물 : 소비자학연구 30권 6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119-141 (2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온라인 트래킹 기술 환경에서 개인정보를 보호하기 위한 방안을 논의하고자, 정보주체로서 소비자와 정보운영주체로서 사업자의 역할에 주목하였다. 온라인 설문지를 통해 성별로 할당하여 수집된 600명을 대상으로 주인-대리인 이론을 적용하여 정보주체의 자기효능감과 운영주체에 대한 신뢰를 기준으로 군집분석을 수행하였고, 소비자 유형별로 온라인 트래킹에 대한 인식에 차이가 있는지 비교하고자 교차분석과 분산분석을 시행하였다. 본 연구의 결과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주인-대리인 이론을 기반으로 소비자를 유형화하여 살펴본 결과, 소비자들이 4개 유형의 집단에 전반적으로 고르게 분포됨을 알 수 있었다. 이는 스스로 정보역량을 갖춘 소비자와 그렇지 않은 소비자, 대리인을 신뢰할 수 있는 소비자와 그렇지 않은 소비자 등 온라인 트래킹 환경에는 자기효능감과 신뢰수준이 다양한 소비자들이 공존하고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둘째, 인구통계학적 차이에서 소비자 유형별로 유의한 차이를 보였다. 특히 여성의 경우, 자기효능감이 낮고, 저소득층은 온라인 사업자에 대한 신뢰가 낮은 소비자들이 상대적으로 높은 비율을 보였다. 이러한 결과는 소비자 정보화 역량 강화의 방안을 고민하는 데 있어서 주안점을 두어야 할 소비자 특성에 관한 시사점을 제공한다.
셋째, 통제적 신뢰형 집단은 온라인 트래킹에 대해서 다른 집단에 비해서 비교적 가장 긍정적인 태도를 보이는 것을 알 수 있었다. 운영기관에 대한 신뢰와 더불어 정보주체의 자기효능감이 수반될 때 온라인 트래킹에 대한 소비자의 인식이 가장 긍정적으로 나타나며, 위험지각과 차단의도, 규제 선호도는 가장 낮게 나타났다. 소비자의 행태정보를 활용한 맞춤형 광고 기법이 보편화되고 있는 오늘날, 정보사회로 발전을 위해서는 소비자의 긍정적 인식을 증진시킬 수 있는 방안을 고민하는 것이 현실적이라 할 수 있다. 따라서 역량있는 주인, 신뢰할 수 있는 대리인을 어떻게 만들 수 있을지에 대해 보다 본질적인 문제에 집중할 필요가 있다.
넷째, 온라인 트래킹 규제방식에 있어서 대부분의 소비자들은 브라우저 설정방식을 통해 한 번에 설정하고, 사전에 소비자에게 트래킹 동의여부를 확인하기를 원하며, 사전에 예방하는 방식으로 법과 정책적 규제가 이루어지는 방식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웹사이트 운영기관의 입장에서는 소비자에게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온라인 트래킹 기술을 활용하여 소비자 정보를 더 많이 수집할 수 있는 환경을 선호한다. 본 연구결과에서는 통제적 신뢰형 집단이 산업의 자율규제와 동일한 방향의 선호를 보이는 바, 빠르게 발전하는 정보화 사회에서 정보화 사회의 발전을 위해서는 대리인으로서 사업자에 대한 신뢰뿐만 아니라, 소비자의 자기효능감을 증진시키는 것이 중요하다는 시사점을 제공한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discuss the way to protect personal information in online tracking environment. Based on principal-agent theory, this study conducted cluster analysis based on the self-efficacy and the trust in agency. With a total of 600 responses, chi-square test and analysis of variance were conducted to compare the perceptions of online tracking by user group. The results of this study are summarized as follows.
First, this study categorized the users based on the principal-agent theory and found that the users were distributed evenly across the four types of groups. This means that users with different level of self-efficacy and trust coexist in the online tracking environment such as users who have information capability or who do not, and users who can trust in agency or who cannot.
Second, demographic variables showed significant differences by user type. Especially, it showed a relatively high percentage of users with low self-efficacy for women, and the high percentage of users with low level of trust for low-income group. These results provide implications for user characteristics that should be emphasized in considering how to approach to strengthen user information capability.
Third, the research found that the group who has high level of self-efficacy and trust has the most positive attitude toward online tracking compared to other groups. In order to develop the information society, it is necessary to focus on the more fundamental issues of how to build a competent owner, a trustworthy agent.
Fourth, most of the users preferred the way of regulation: set up at once through the browser setting method, confirm the user's consent to the tracking in advance. From the standpoint of the agency, on the other hand, the firms preferred to collecting more user information to provide personalized services. The results showed that the group who has high level of self-efficacy and trust showed the same preference as the perspective of industry. Therefore, in order to develop the information society, it is important not only to trust in agency as but also to improve the information control capability of users.

KCI등재

7유기가공식품 선택에 대한 소비자 특성 분석: 계획적 행동이론의 확장과 식생활 라이프스타일을 중심으로

저자 : 박명은 ( Park Myeongeun ) , 유소이 ( You Soye )

발행기관 : 한국소비자학회 간행물 : 소비자학연구 30권 6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143-170 (2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소비자의 유기농식품 선택은 개인의 건강관심, 개인적 특성, 식품안전에 대한 우려 등과 관련이 있으며, 이러한 이유들은 관련 인증제도의 확산으로 이어져 소비자의 신뢰를 얻음으로써 유기농식품 시장의 확대로 이어지고 있다. 또한 식품에 대한 개인의 특성과 가치관, 식생활 라이프스타일 변화에 따라 식생활에 있어서 건강과 편의성을 동시에 충족하고자 하는 식습관의 변화는 유기가공식품 소비에 중요한 영향을 미치고 있다.
본 연구는 지속가능한 소비의 관점에서 유기가공식품의 구매행동을 통해 환경친화적인 행동에 대한 소비자 특성을 파악하기 위해 첫째, 소비자들의 구매 행동을 설명하기 위해 널리 알려진 계획적 행동이론에 유기가공식품 구매행동을 설명하는데 유용하게 기여할 것으로 추론되어지는 농산물 관리우려, 제도적 신뢰, 주관적 규범, 혁신성을 추가하여 소비자의 구매행동을 분석하였다. 둘째, 식생활 라이프스타일에 따라 소비자를 유형화하고 세분 시장별 유기가공식품의 구매행동 차이를 파악하였다.
분석 결과 유기가공식품에 대한 태도, 주관적 규범, 도덕적 규범 및 지각된 행동통제는 구매의도에, 구매의도는 구매행동에 긍정적인 영향을 주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를 토대로 다양한 분야에서 사람들의 행동에 대한 높은 설명력을 보였던 계획적 행동모델이 유기가공식품의 구매행동에도 적용될 수 있다는 것을 확인하였다. 또한 식생활 라이프스타일은 항목들 간의 개념 유사성에 따라 건강추구, 편의추구, 외식추구, 안전추구, 맛추구의 5개 요인으로 분류되었고, 각 군집의 특성을 파악하여 식생활 고관여형, 식생활 편의/간편추구형, 식생활 웰빙/맛추구형, 식생활 저관여형으로 유형화하고, 집단별로 식품과 관련된 활동을 준비하고 구매함에 있어서 무엇에 가치를 두는 가를 분석하였다.
본 연구는 소비자의 구매행동에 영향을 미치고자 하는 마케팅 전략 수립 시에 다음과 같은 시사점을 제공한다. 유기가공식품 관련 기업은 유기농식품의 인증제도에 대해 지속적인 홍보마케팅을 통해 안전한 먹거리라는 이미지를 전달해야 한다. 또한 유기가공식품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이 증가함에 따라 소비자 개인의 취향과 특성에 맞는 전문성을 갖추어 소비자의 욕구에 대응할 수 있도록 충분한 정보를 제공한다면 유기가공식품에 대한 경쟁우위를 점할 수 있을 것이다.


Consumers' choice of organic food is influenced by their interest in health, personal traits, and concerns over food safety. Such factors are leading to an expansion of an organic foodrelated certification system for gaining trust from consumers, which is, in turn, translating into a growth of the organic food market. Moreover, with regard to people's characteristics, values, and food-related lifestyle, there have been changes in their eating habits―they now pursue both health and convenience at the same time―and this is having a significant influence on their consumption of organically produced foods.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analyze the characteristics of people showing environmentally friendly behaviors or consumption patterns through the purchase of organically processed food from the viewpoint of sustainable consumption. First, this study explores into the purchasing behavior on organic processed food. To do this, the Theory of Planned Behavior (TPB) was used to explain the purchasing behavior of consumers. Variables such as concerns over agricultural product management, trust in the system, subjective norms, and innovation, which were assumed to be useful for explaining the purchasing behavior on organic processed food, were applied to the analysis model to analyze such behaviors. Second, it looks into the types and characteristics of consumers in accordance with their dietary lifestyles.
Attitude toward organic processed food, subjective norm, moral codes, and perceived behavioral control positively affected people's purchase intentions. Based on such findings, it was confirmed that the TPB model, which can be used to explain human behavior in various fields, can also be applied to analyze the purchasing behavior on organically processed food.
Consumer types were categorized in line with their food-related lifestyles, and the characteristics of each consumer type were analyzed through market segmentation after taking into consideration the results and variables in the preceding studies on food-related lifestyle and market segmentation. With regard to the food-related lifestyle, a total of five categories including the lifestyles pursuing health, convenience, dine out, safety, and taste were set up in accordance with the conceptual similarity between each item. In addition, by looking at the characteristics of consumer groups, they were categorized into the type that actively engaged in a dietary life, the type pursuing convenience/simplicity in dietary life, the type pursuing health/safety in eating habits, and the type that had low interest in a dietary lifestyle. After examining the characteristics of each type, the values held by the consumers in their preparation, purchase, and consumption for food-related activities were analyzed to present concrete results.
This study offers insights into the marketing strategies that can influence consumers' purchasing behaviors. Organic food companies should be able to stress the image of safe food through promotional and marketing activities on the organic food certification system. Furthermore, if the companies can develop an expertise for satisfying the taste and characteristic of consumers to meet their demand and provide sufficient amount of information, such companies will be able to gain a competitive advantage in the organic food market given the rising consumer interest in organic food.

KCI등재

8유전자변형(GMO) 표시방법 프레이밍이 소비자의 위험지각과 구매의도에 미치는 영향

저자 : 김영주 ( Kim Youngju ) , 석관호 ( Suk Kwanho )

발행기관 : 한국소비자학회 간행물 : 소비자학연구 30권 6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171-194 (2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GMO식품 표시방법이 GMO원료를 포함하는 GMO식품과 GMO원료를 사용하지 않은 일반식품 평가에 미치는 영향을 고찰하였다. 동일한 식품이라도 GMO 표시방법에 따라 소비자에게 전달되는 원료에 대한 정보가 달라지며, 이는 소비자가 제품을 평가하는 데 영향을 미칠 수 있다. 본 연구는 식품 원료를 표시하는 데 있어서 두 가지 프레임의 영향을 검증하였다. 속성존재 프레임(presence frame)이 사용되는 경우에는 GMO식품에는 “GMO”라는 라벨이 표시되고, 일반식품에는 GMO와 관련된 정보가 제시되지 않는다. 반대로 속성부재 프레임(absence frame)이 사용되는 경우 일반식품에는 “Non-GMO”라는 표시가 사용되지만 GMO제품에는 관련 정보가 표시되지 않는다. 본 연구는 GMO표시방법이 소비자의 제품 평가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가설을 제시하고, 두 실험을 통해 이를 검증하였다. 실험 1의 결과는 동일한 GMO식품이라도 속성존재 (vs. 부재) 프레임의 경우에 지각된 위험과 구매의도가 더 부정적이라는 것을 보여주었다. 그러나 일반식품에서는 정보 표시방법의 효과가 나타나지 않았다. 실험 2에서는 개인 특성 변수인 건강관여도(health motivation)의 조절 효과를 검증하였으며, GMO정보 제시방법의 효과는 소비자의 건강관여도가 높을수록 강한 것으로 나타났다. 본 연구는 GMO원료 표시방법이 소비자의 제품지각 및 구매의도에 미치는 영향을 검증했다는 점에서 소비자교육과 공공정책 결정에 시사점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This research examines the effects of GMO (genetically modified organisms) food labeling on the evaluations of foods that either contain or do not contain GMO ingredients. Although there has been no conclusion about the debates on whether GMO foods are harmful to health, consumers tend to believe that GMO can potentially cause health problems. Therefore, consumers have negative attitudes towards GMO products that are perceived to be high in health risk. An important issue that is related to risk perception is how to communicate whether a food product contains GMO ingredients or not. Information about food ingredients are presented by food labels, and there are different methods to label GMO ingredients.
The current research compares between two labeling methods for communicating GMO ingredients. An attribute “presence” frame presents GMO foods with “GMO” label and Non-GMO foods (that do not contain GM ingredients) without any related labels. On the other hand, an attribute “absence” frame presents Non-GMO foods with “Non-GMO” label and GMO foods without any labels. Therefore, the information that describes the same type of food differs depending on which frame is used to communicate GMO ingredients, which in turn can affect consumer evaluation of the GMO and Non-GMO foods. We test the influence of GMO labeling on perceived health risk of the food and purchase intention of the food.
We expect the influence labeling on purchase intention is mediated by perceived risk. We hypothesize that purchase intentions of GMO and Non-GMO foods are affected by GMO label framing (H1), the influence of labeling on purchase intention is mediated by perceived health risk (H2), and the labeling effect is stronger for consumers with higher (vs. lower) level of health involvement (H3). H1 predicts that the influence of GMO labeling on purchase intention will differ for GMO foods and Non-GMO foods. Specifically, it is predicted that consumer evaluation of GMO foods is more negative for attribute presence frame than attribute-absence frame. Because negative product information tends to draw more consumer attention and have stronger influence on product evaluation (i.e., negativity bias), the “GMO” label of the presence-frame should decrease consumer preference for GMO foods. For Non-GMO foods, it is expected that the effects of GMO labeling on consumer evaluation is weaker than those for GMO foods. This prediction is based on the logic that the influence of positive (vs. negative) information on product perception and evaluation is weaker. In addition, because Non-GMO (vs. GMO) foods are more common, “Non-GMO” label is less diagnostic. H2 predicts that the influence of GMO labeling on purchase intention is mediated by perceived health risk of the food. H3 is about the moderating role of consumer health involvement. It is expected that the GMO labeling effect is stronger for consumer with higher (vs. lower) level of health involvement because they tend to pay more attention to and influenced more by food labels. The research hypotheses were tested in two experiments.
Experiment 1 tested the influence of GMO labeling (i.e., attribute presence vs. absence) on consumer purchase intention of GMO and Non-GMO orange juice product. Perceived health risk was measured as potential mediator. The results supported our hypotheses. The attribute presence (vs. absence) frame increased perceived risk and decreased purchase intentions of the GMO food. However, the influence of GMO labeling on perceived risk and purchase intention was not significant for the Non-GMO food. Perceived health risk mediated the influence of labeling on purchase intention. Experiment 2 tested the moderation effect of health involvement in the effects of GMO labeling on purchase intention for GMO and Non-GMO Cajun nuts. The results show that the impact of GMO labeling on consumer purchase intention was moderated by consumer health involvement. That is, the effects of GMO information presentation method on purchase intention were stronger (weaker) when consumers' health involvement level is higher (lower).
The findings of this research present implications for public policy and consumer education. Consumer perception and purchase of foods can be influenced by the law or regulations about GMO ingredients, which should be taken into consideration in public policy decisions. Another important implication is for consumer education. Consumer may be able to make a better decision by understating that their perception and purchase decision can be affected the way the food information is presented.

KCI등재

9의미연결망분석을 통한 스마트워치 사용자의 지각된 혜택과 비용에 대한 연구: 애플워치를 중심으로

저자 : 이유림 ( Lee Yu Lim ) , 정민지 ( Jung Minji ) , 김아영 ( Kim Ahyoung ) , 박인형 ( Park In-hyoung ) , 정재은 ( Chung Jae-eun )

발행기관 : 한국소비자학회 간행물 : 소비자학연구 30권 6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195-225 (3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소비자가 스마트워치를 사용하며 경험하는 혜택과 비용의 내용과 구조를 파악하고 기존연구에서 제시한 제품수용 이전의 지각된 혜택과 비용과 어떠한 차이점이 있는지를 알아보고자 하였다. 소비자가 경험하는 혜택과 비용의 대상을 스마트워치 기기와 어플리케이션으로 분류하였으며, 혜택은 효용적 혜택과 쾌락적 혜택을 포함하고 비용은 인지적 비용과 감정적 비용으로 구분될 것을 제안하였다. 이를 살펴보기 위해 국내에 출시된 스마트워치제품 가운데 애플워치를 사용한 경험이 있는 소비자가 작성한 텍스트 데이터를 소셜미디어에서 수집하고 R을 이용하여 텍스트 빈도분석, 군집분석 그리고 의미연결망분석을 실시하였다. 본 연구의 주요 결과는 다음과 같다. 소비자가 애플워치에 대해 느끼는 혜택과 비용의 대상은 '디자인 및 엑세서리'와 '부품 및 사후서비스'를 포함하는 기기 측면과 '생산성 및 음악 어플리케이션'과 '신체활동 관련 어플리케이션'을 포함하는 어플리케이션 측면으로 분류되었다. 의미연결망분석 결과 소비자는 착용감, 배터리 용량, 심미성 등에서 혜택과 비용을 동시에 경험하고 있었으며, 스마트워치의 주요 기능으로 제시되었던 신체활동 추적 어플리케이션으로 인해 신체상태 정보를 제공받거나 활동량을 증가하도록 동기를 부여받고 있었다. 반면 어플리케이션이 제대로 작동하지 않아 불편함을 경험하는 비용이 드러났으며 이러한 불편성과 편리성은 애플워치 사용경험으로 인한 혜택 및 비용의 내용을 구성하는 대표적인 메시지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기존연구에서는 제시되지 않았던 감정적 비용이 나타났으며, 스마트워치 수용 이전의 주요위험으로 간주되었던 프라이버시 및 개인정보 침해에 관련된 비용은 드러나지 않았다. 본 연구를 통해 스마트워치수용 이후 실제로 이를 사용하는 과정에서 경험하는 소비자의 혜택과 비용이 무엇인지 파악함으로써 어떠한 부분을 강화 및 보완해야 할지 실마리를 얻어 소비자의 일상과 가치에 부합하는 스마트워치를 개발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amine smart watch consumers' benefits and costs derived from the actual product experiences and how these benefits and costs are different from perceived benefits and costs before the product adoption. Objects of benefits and costs were classified into smart watch device and its application. The study suggests that the benefits include utilitarian and hedonic benefits, and the costs include cognitive and affective costs. In order to examine consumers' opinion about smart watch experience, data written by Applewatch consumers were crawled from social media including Twitter, Facebook, and online community. Term frequency analysis, clustering analysis and semantic network analysis were conducted to understand contents and structure of the benefits and costs. The major findings are as follows. We found that objects of benefits and costs were divided into device, including 'design and accessory' and 'component and after-sales service,' and application, including 'productivity and music application' and 'physical activity application.'The results of semantic network analysis showed that consumers gained both benefits and costs from wearability, battery durability and appearance. As suggested by extant literature, consumers were provided physical information and were motivated to exercise. On the other hand, they actually inconvenienced by systematic errors of various applications. In addition, the results found that affective costs which were overlooked in previous research. However, privacy risks which was proved as a major factor of decreasing intention to adopt smart watch was not revealed. The current study provides in-depth understanding of smart watch consumers' benefits and costs from real-life product experience. It also suggests managerial implications to smart watch manufacturers regarding what they should strengthen and improve to enhance consumers' satisfaction.

KCI등재

10희소성 수준과 제품 유형의 상호작용이 구매의도에 미치는 영향: 정당화 용이성의 매개효과와 인지종결욕구의 조절된 매개효과를 중심으로

저자 : 윤재현 ( Yoon Jaehyun ) , 김한구 ( Kim Hanku )

발행기관 : 한국소비자학회 간행물 : 소비자학연구 30권 6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227-250 (2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전자 상거래가 일반화됨에 따라, 소비자들은 온라인 쇼핑몰에서 제품이나 서비스를 구매할 때 '50개 남음!' 혹은 '단 3일만 판매'와 같은 희소성 메시지를 자주 접하게 된다. 희소성 메시지는 제품이나 서비스에 대한 구매의 기회가 제한되어 있음을 나타내며 소비자들의 구매 욕구를 자극시키기 때문이다. 그러나 희소성 효과에 대한 기존 연구들은 희소성 메시지에 활용될 수 있는 희소성의 수준이나 제품 속성에 따라 구분될 수 있는 제품 유형을 고려하지 않았기 때문에, 연구 결과를 일반화하기에는 한계가 있었다. 이에 본 연구는 희소성 메시지의 유형 중 수량한정 메시지를 활용하여 희소성 수준이 구매의도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제품 유형의 조절효과를 살펴보았다. 또한 이러한 효과가 발생하는 메커니즘을 규명하기 위해 구매의도에 대한 정당화 용이성의 매개역할을 검증하였고, 이러한 매개효과가 인지종결욕구에 따라 어떻게 달라지는지 살펴보았다.
연구 결과, 쾌락재의 경우 제시된 메시지의 희소성 수준이 낮을 때 보다 높을 때 구매의도가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실용재의 경우 희소성 수준이 낮을 때 구매의도가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희소성 수준과 제품 유형이 구매의도에 미치는 영향은 정당화 용이성에 의해 매개되었으며, 정당화 용이성의 매개효과는 인지종결욕구에 의해 조절됨을 확인하였다.
본 연구의 결과는 향후 기업들이 제품 유형에 따른 효과적인 희소성 메시지 전략을 구상함에 있어 보다 효과적이고 실무적인 지침을 제공한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


As e-commerce becomes more generalized, consumers often encounter scarcity messages such as “only 50 products left!” or “only 3 days sale” when they purchase products or services in online shopping mall. The scarcity message indicates that there is a limited purchasing opportunity for the product or service and stimulates consumers' desire to purchase. However, previous researches of scarcity effect have not sufficiently considered the scarcity level that can be presented in scarcity message or the product type that can be distinguished by product attribute.
So in this research, we investigated the effect of scarcity level on the purchase intention utilizing the Limited-quantity message among the type of scarcity message and the moderation role of product type. Also, in order to identify the mechanism by which these effects occur, we investigated the mediating role of ease of justification on the purchase intention, and investigated how the mediating effect of ease of justification vary with need for cognitive closure.
The results showed that in the case of the hedonic product, the purchase intention is higher when a scarcity level is provided high than a scarcity level is provided low. But, in the case of the utilitarian product, the purchase intention is higher when a scarcity level is provided low than a scarcity level is provided high. Also, we verified that the effects of scarcity level and product type on the purchase intention is mediated by ease of justification, and the mediating effect of ease of justification is moderated by need for cognitive closure.
The results of this study are meaningful that it provides a practical guidance in drawing up more effective scarcity message strategy according to the product type to the company in the future.

12
권호별 보기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 | | |
1연안해역에서 석유오염물질의 세균학적 분해에 관한 연구

(2006)홍길동 외 1명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해당 간행물 관심 구독기관

신라대학교 서울대학교 연세대학교 이화여자대학교 성균관대학교
 419
 238
 229
 194
 192
  • 1 신라대학교 (419건)
  • 2 서울대학교 (238건)
  • 3 연세대학교 (229건)
  • 4 이화여자대학교 (194건)
  • 5 성균관대학교 (192건)
  • 6 중앙대학교(서울) (158건)
  • 7 경희대학교 (125건)
  • 8 고려대학교 (121건)
  • 9 한양대학교 (75건)
  • 10 서강대학교 (74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