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중앙대학교 인문콘텐츠연구소> 인공지능인문학연구

인공지능인문학연구 update

Journal of AI Humanities (JAIH)

  • : 중앙대학교 인문콘텐츠연구소
  • : 인문과학분야  >  기타(인문과학)
  • : KCI등재
  • :
  • : 연속간행물
  • : 반년간
  • : 2635-4691
  • :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1권0호(2018)~3권0호(2019) |수록논문 수 : 21
인공지능인문학연구
3권0호(2019년 04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Deformation as Destiny : Made in Abyss and Kawaii Consumption

저자 : Christophe Thouny

발행기관 : 중앙대학교 인문콘텐츠연구소 간행물 : 인공지능인문학연구 3권 0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9-35 (2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Postwar Japanese popular culture and animation in particular is often concerned with the relation between the human and a planet on the brink of disaster. While this has been explained in terms of the Japanese experience of war and nuclear disaster, I argue in this article that we should rather understand postwar Japanese animation in relation to a growing awareness of a planetary situation in what is now called the age of the anthropocene. This planetary situation has often been figured through the image of urban fortresses where a community of humans, Japanese or not, unify to fight against an external aggressor and survive. The figure of the urban fortress in Japanese animation such as Multidimensional Fortress Macross or Evangelion resonates with present discussions about the anthropocene articulated in terms of risk, sustainability and survival. By looking at the recent manga and TV series Made in Abyss, I propose to consider another figure of our planetary situation, not defined by survival but rather by an ongoing process of deformation in place allowed by kawaii consumption. Or more simply, Made in Abyss is about how much the body can take in a planetary situation

KCI등재

2Racism, Ecology and The Uncanny Valley

저자 : Timothy Morton

발행기관 : 중앙대학교 인문콘텐츠연구소 간행물 : 인공지능인문학연구 3권 0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37-53 (1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The robotics model of the Uncanny Valley provides a highly illuminating way of understanding the dynamics of racism as it pertains to how humans treat the nonhuman world (the biosphere). Racism is in fact what underpins speciesism, the habit of seeing nonhumans as inferior to humans. To struggle against racism, then, is to work to eliminate speciesism.

KCI등재

3Why Computers don't think? Searle and the Artificial Intelligence

저자 : Robinson Dos Santos

발행기관 : 중앙대학교 인문콘텐츠연구소 간행물 : 인공지능인문학연구 3권 0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57-75 (1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When we state the question about the possibility that machines like computers can think - a question that is not new - we are already moving (also) into the area of philosophical inquiry. On philosopher's view, the first task of all would be, to clarify what kind of activity is something like thinking. In this paper, I intend to approach the question of artificial intelligence, from the perspective presented by the contemporary philosopher John Searle (*1932), who devoted a part of his investigations to this theme. I concentrate the scope of the text around two topics that I consider basic in Searle's argumentation and, therefore, strategic to understand his position: I'm referring to one aspect linked to the question of language and another related to the philosophy of mind.

KCI등재

4인공지능 시대를 위한 인문데이터의 역사와 과제

저자 : 김바로 ( Kim Ba-ro )

발행기관 : 중앙대학교 인문콘텐츠연구소 간행물 : 인공지능인문학연구 3권 0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77-97 (2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논문은 지금까지의 인문 데이터의 발전 과정을 살펴보고, 4차 산업 혁명시대의 인문 데이터의 미래 발전 방향에 대해서 검토하였다. 처음에는 컴퓨터에서 문자를 인지하는 문자 인코딩의 발전사를 아스키코드부터 유니코드까지 살펴보고, 문자 인지의 본질에 대해서 고민하였다. 그 다음에 인간가독형 데이터와 기계가독형 데이터의 개념을 살펴보고, 초보적인 단계의 기계가독형 데이터인 말뭉치(코퍼스) 구조에 대해서 살펴보았다. 그 이후, 기계에 의한 데이터 의미 부여 방법인N-gram과 Word2Vec을 살펴보고, 그 장단점을 논의하였다. 그리고 이와 반대항인 인간에 의한 주동적인 데이터 의미 부여 방법인 시맨틱웹을 탐색하였다. 마지막으로 이러한 데이터 발전을 바탕으로 미래의 인문 데이터의 양상에 대해서 살펴보았다.


This paper examines the development process of humanities data so far and examines the future development direction of humanities data in the era of the Fourth Industrial Revolution. At first, I looked at the development history of character encoding that recognizes characters in computers from ASCII code to Unicode, and I was worried about the essence of character recognition. Then, the concept of human readable data and machine readable data was examined, and the corpus structure, which is a basic machine readable data, was examined. After that, we examined N-gram and Word2Vec, which are data meaning-giving methods by machines, and discussed the advantages and disadvantages. And the semantic web, which is a method of giving the meaning of the main data by the opposite term, was explored. Finally, based on the development of the data, the aspects of future human data were examined.

KCI등재

5소통, 이성 그리고 인공지능

저자 : 안윤기 ( An Yoon-ki )

발행기관 : 중앙대학교 인문콘텐츠연구소 간행물 : 인공지능인문학연구 3권 0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99-120 (2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글에서는 '인공지능 시대의 소통'을 그 가능성 측면에서 고찰하였다. 소통은 인간을 포함한 모든 생명체가 생존과 번영을 위해 여러 수준과 형태로 수행하는 행위인데, 과연 인공지능도 인간과, 또는 다른 인공지능 기계와 소통을 할 수 있을까? 인간의 소통은 '언어'라고 하는 탁월한 매체를 통해 수행되며, 이것이 가능했던 것은 인간에게 '이성'이라는 지적 능력이 있었기 때문이다. 20세기 중반 이후 개발된 인공지능은 인간의 이성과 언어를 상당히 모방하거나 추월하기도 해서, 누군가는 인공지능과의 대화와 소통이 가능하다고 생각하고, 챗봇의 형태로 그 생각을 구현하기도 했다. 그러나 이 글에서는 그것을 진정한 소통이 아니라고 진단하였다. 자기의식과 자기보존 욕구(영혼)가 없는 한낱 기계는 메시지의 송신자/수신자가 될 수 없기 때문이다.


In this article, 'communication in the era of Artificial Intelligence (= AI)' was examined in terms of its possibility. Communication is an act performed by all living things, including humans, at various levels and forms for survival and prosperity. Can AI then communicate with humans or other AI machines? Human communication is done through a wonderful medium called 'language', which is possible, because humans have a special intellectual power, named as 'reason'. Because AI-technique developed since the middle of the 20th century imitated or overcame human reason and language, some people thought that it was possible to communicate with AI and realized the idea in the form of a conversation robot (= Chatbot). In this article, however, it is not judged as true communication, because a machine without self-consciousness and the need for self-preservation can not be the sender or recipient of the message.

KCI등재

6인공지능과 저널리즘

저자 : 강우규

발행기관 : 중앙대학교 인문콘텐츠연구소 간행물 : 인공지능인문학연구 3권 0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123-139 (1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키워드 보기
초록보기
1
권호별 보기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 | | |
1연안해역에서 석유오염물질의 세균학적 분해에 관한 연구

(2006)홍길동 외 1명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해당 간행물 관심 구독기관

고려대학교 남서울대학교 덕성여자대학교 동국대학교 한양대학교
 47
 15
 14
 14
 13
  • 1 고려대학교 (47건)
  • 2 남서울대학교 (15건)
  • 3 덕성여자대학교 (14건)
  • 4 동국대학교 (14건)
  • 5 한양대학교 (13건)
  • 6 명지대학교 (13건)
  • 7 전남대학교 (11건)
  • 8 건국대학교 (9건)
  • 9 계명대학교 (9건)
  • 10 중앙대학교(서울) (9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