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택민국학연구원> 국학연구론총

국학연구론총 update

Journal of Koreanology

  • : 택민국학연구원
  • : 인문과학분야  >  기타(인문과학)
  • : KCI등재
  • :
  • : 연속간행물
  • : 반년간
  • : 2005-1999
  • :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1권0호(2008)~25권0호(2020) |수록논문 수 : 279
국학연구론총
25권0호(2020년 06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김굉필의 문묘종사와 제향 서원

저자 : 이수환 ( Lee Soo Hwan )

발행기관 : 택민국학연구원 간행물 : 국학연구론총 25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9-51 (4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논문은 김굉필의 문묘종사에 대한 역사적 의미를 되짚어보고, 그동안 연구가 미진했던 제향 서원들에 대하여 검토한 것이다. 물론 자료의 한계로 제향 서원들에 대한 상세한 분석은 어려웠지만 해당 서원의 건립 연혁을 개관하고 김굉필과의 연관성을 파악한 시론적 논의로서 의미를 가진다 할 수 있다.
김굉필의 추숭은 중종반정 이후부터 논의가 본격화 되어 문인 조광조가 중앙정계 진출하면서 더욱 확대되었다. 조광조는 학문적인 계보를 확정하기 위해 정몽주와 김굉필을 문묘종사를 시도해 실패를 했으나 사림파의 학문적 계보의식을 정설화 했다는데 큰 성과가 있었다.
사림정치가 대두되면서 문묘종사는 하나의 국론으로 일치되어 마침내 1610년(광해 2) 성사되기에 이른다. 동방오현의 문묘종사는 사림파의 학문적 계보와 행적을 공인받음은 물론이고 성리학의 정통성과 정치적 행보에 정당성을 인정받았다는 것에 역사적 의미가 있었다.
김굉필의 제향 서원은 제향된 곳은 전국에 15개소로 조사가 되었으며, 이중 무려 10개소가 사액 서원에 해당한다. 이들 서원은 건립 지역, 시기, 목적 등이 비록 상이하나 조선시대 서원의 다양성을 확인하는 차원에서 유의미하다. 김굉필 서원의 성격은 두 가지로 요약할 수 있다. 첫째, 17세기 초반 동방오현의 문묘종사 운동이 활발히 전개되는 가운데 이들을 제향하는 서원이 각 지역에서 건립되는 일환에서 이루어졌다. 둘째, 김굉필이 동방오현의 한 분이자, 조선에서 도학을 수창(首倡)한 인물이라는 위상에 기대어 서원의 사회적 권위를 제고하려는 목적에서 건립이 되었다. 이 논문을 계기로 향후 새로운 자료들이 발굴되어 이들 각각의 서원별로 사례연구가 본격화되길 기대한다.


The purpose of this thesis is to examine the historic implication on the Munmyo-jongsa (a ritual to follow the teachings of Confucius) of Kim Goeng-pil and review for Seowon (school) for religious rituals that has been overlooked in studies up to this point. Obviously, with the limitations on data, detailed analysis on the Seowon for religious rituals is difficult but it has certain implications in opening up the chronology of establishing the applicable Seowons and the contemporary discussion with respect to its relationship with Kim Goeng-pil.
The worship of Kim Goeng-pil was launched in full scale for discussions after the Jungjongbanjeong (the political uprising against King Jung-jong) and it was even expanded more with a man of literature, Jo Gwang-jo, advancing to the central political faction. In order to finalize the academic lineages, Jo Gwang-jo attempted for Munmyo-jongsa on Jeong Mong-ju and Kim Goeng-pil but failed, however, it had a great outcome in legitimately established the academic sense of tradition for controlling faction with Confuciansm scholars in Jeon.
With the emergence of Confucianism scholar politics, Munmyo-jongsa was consistent to one of the national opinions established at last in 1610 (the second year in reign of King Gwanghae). The Munmyo-jongsa of Dongbang-ohyeon (five famous scholars in Confucianism) had the academic tradition and activities of Confucianism faction publicly recognized as well as having the legitimacy of Confucianism and justification for political activities recognized as its historic implication
The places of Seowon for religious rituals for Kim Goeng-pil are surveyed to be 15 locations throughout the country and 10 of them are applicable for 사액 Seowon. These Seowons are different on region for establishment, period, purpose and so forth, but it would be noticeable in the level of confirming the diversity of Seowons during the Joseon Dynasty. The characteristics of the Kim Goeng-pil Seowons could be summarized two-fold. First, in early 17th century, the Munmyo-jongsa movement of Dongbang-ohyeon was actively deployed while the Seowons to enshrine them were undertaken as part of establishing in each region. And second, following the status that Kim Goeng-pil was one of the Dongbang-ohyeon and was a man advocating the Daoism in Joseon, those Seowons were established for the purpose of enhancing its social heritages. It is expected that, with this thesis as a turning point, new data would be discovered to undertake full-scale case studies for each Seowon.

KCI등재

2청년기 김굉필의 사상 전환과 그 지성사적 배경

저자 : 이원석 ( Lee Won Seok )

발행기관 : 택민국학연구원 간행물 : 국학연구론총 25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53-84 (3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글은 한훤당 김굉필이 한유의 문장을 공부하다가  소학 에 관심을 두고 거기에 헌신하게 된 연유를, 고문운동에서 도학으로 이행하는 사상적 변화 과정의 맥락에서 살펴보고자 했다. 고문(古文)이 아니라, 예(禮)에 능통하게 됨으로써 성인이 될 수 있다는 전망을 분명하게 제시한 것이 김굉필의 사상사적 공헌이며 이 점에서 그는 스승 김종직과 달랐다. 하지만  소학  공부를 통해 곧바로 “천기(天機)”에 도달하려고 했던 김굉필의 청년기 사상은 주자학과 다소 다른 면모를 보여준다. 김굉필의  소학 관은 원대(元代)의 노재 허형과 여러모로 일치하는데, 후자는 왕필(王弼)의 “자연(自然)” 중시 경향으로부터 영향을 받고 있었다. 따라서 김굉필은 분명한 유가적 지향을 보이기는 했으나, 예의 완벽한 숙달 이후 도달하게 될 “자연”의 경지를 꿈꾸었을 가능성이 있다. 이는 김종직과 김굉필의 사상적 관련성에 대해 새로운 해석의 가능성을 제시해 준다. 김종직은 문장에 능통한 경지에 도달하는 동시에 도덕적 이치와 하나 되는 경지에 도달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문장가는 변화를 잘 읽고 도덕가는 원칙에 충실한 존재이므로, 김종직의 이상적 인간상은 변화를 잘 읽는 동시에 원칙에도 충실한 사람이다. 남명 조식이 파악했던 김굉필은 역시 그런 인간상과 일치하며, 이는 노재 허형이 제시했던 인간상과도 일치한다.


This article sought to examine why Kim Going-pil(金宏弼) became interested in Sohak(小學) while studying Han Yu(韓愈)'s writing and finally devoted himself to it in the context of the process of ideological change from the Ancient-Prose(古文) movement to the Learning of the Way. Kim's ideological contribution is to present the prospect of becoming an adult only by becoming proficient in li(禮), not by becoming proficient in ancient-prose. And in this regard, he was different from his teacher Kim Jong-jik(金宗直). However, Kim's idea that it is possible to reach “Chen-gi(天機; the mechanism of Nature)” right away through studying Sohak shows a slightly different aspect from that of the Zhu Xi(朱熹). Kim's understanding of Sohak coincides in many ways with that of Xu Heng(許衡) of Yuan(元) Dynasty, who was influenced by Wang Pil(王弼)'s tendency to value “Nature(自然).” Thus, although Kim showed a clear tendency toward Confucianism, on the other hand, he may have dreamed of a “Nature” that he would reach after the perfect mastery of li(禮). This suggests the possibility of a new interpretation of Kim Jong-jik and Kim Going-pil's ideological connection. Kim Jong-jik claimed, we can reach a stage where we are fluent in sentences(文), and at the same time become one with li(理; principle or pattern). Traditionally, a writer reads change well and a moralist is considered to be faithful to principles, so Kim Jong-jik's ideal human figure must be a person who reads change well while also faithful to principles. Interestingly, Kim Going-pil, who was seen by Cho Shik(曺植), was exactly like that, and his appearance coincided with the ideal human image presented by Xu Heng. In this way, the continuity between Kim Jong-jik and Kim Going-pil can also be recognized.

KCI등재

3한훤당(寒暄堂) 도학시(道學詩)가 후대(後代) 도학시(道學詩)에 끼친 영향

저자 : 신태수 ( Shin Tae Soo )

발행기관 : 택민국학연구원 간행물 : 국학연구론총 25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85-115 (3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寒暄堂 金宏弼의 道學詩는 한훤당의 삶과 연관이 깊다. 奇大升이 찬술한 <行狀>과 그 追補 內容을 취합하면, 한훤당의 삶은 '행위 규범'과 '체인 목표'와 '인식 태도'라는 指標로 구성되어 있다. 세 지표는 도학의 필요조건으로서, 도학시 구성 요소와 대응된다. 도학시 구성 요소야말로 도학시의 패러다임을 형성하며 도학의 지향가치를 담아내는 그릇이다. 도학의 필요조건이 있고 도학시 구성 요소가 있으니, 양자의 관계를 따져보지 않을 수 없다. 양자는 等價的이고, 性卽理說을 所從來로 한다. 인식의 주체를 기준으로 할 때, 도학시 구성 요소만이 도학시의 인식체계를 형성하는 데 관여한다. 도학시의 인식체계는 동태적이다. 성즉리설과 도학시 구성 요소가 상대방을 뒷받침하기 때문에 이렇게 볼 수 있다. 한훤당 도학시는 후대 도학시에 큰 영향을 끼쳤다. 그 근거를 후대 도학시에서 찾을 수 있다. 한훤당이 마련한 도학시 구성 요소에 '立人極'論이나 爲己之學의 내용과 방법을 담았다는 점이 그것이다.


The Dohak poems of Hanhwondang Kim Going-pil are closely related to his life. When Haengjang by Gi Dae-seung is put together with supplementary content for it, it seems clear that his life consisted of three indicators including "behavioral norms," "Chein goals" and "perceptive attitudes." These three indicators are necessary conditions for Dohak and correspond to components of Dohak poetry. It is the components of Dohak poetry that form the paradigm of Dohak poems and build a vessel to contain the intended values of Dohak. The necessary conditions for Dohak and the components of Dohak poetry are equivalent to each other and share the Seongjeukri theory as part of their common fundamental history. When the subject of perception is brought in as a criterion, only the components of Dohak poetry get involved in the formation of a perceptive system in Dohak poems. The perceptive system of Dohak poetry is very dynamic, which is evidenced by mutual support between the Seongjeukri theory and the components of Dohak poetry. Hanhwondang's Dohak poems had huge impacts on Dohak poems by following generations. They first included the "Ipingeuk" theory in the components of Dohak poetry established by him and secondly put the content and methods of Wigijihak in the components of Dohak poetry established by him.

KCI등재

4한훤당 김굉필의 도학과 한강학

저자 : 추제협 ( Choo Je Hyeop )

발행기관 : 택민국학연구원 간행물 : 국학연구론총 25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17-147 (3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글은 김굉필의 도학과 정구의 심학에 대한 관련성을 살펴본 것이다. 김굉필의 도학에 대한 많은 연구 성과에도 여전히 해결해야 할 문제들이 없지 않은 것은 그에 대한 후대의 평가 때문일 것이다. 특히 이황의 근세도학지종이라는 지목에 따라 정구는 진외증조부에 대한 철저한 자리매김에 열성적으로 노력했고, 이는 결국 정주 이후 끊인 도학이 우리나라의 김굉필에 의해 개창되고 이황을 거쳐 자신에게 이르고 있음을 천명하고자 하는 의도였다. 또한 이러한 도통은 분명 학통에서도 고려되지 않을 수 없다. 즉 김굉필에게서 강조된 주정지경의 태도가 이황을 거쳐 정구의 심학 형성에 영향을 미친다. 뿐만 아니라 여기에 소학적 실천성과 독서사물공부가 복합적으로 작용함으로써 이른바 한강학은 두 길인 예학의 완성과 실학의 전개를 예고하게 되었다.


This article examines the relationship between Kim Goeng-pil's The Learning of the Way and Jeong Gu's Mind Theory. Kim Goeng-pil's many research achievements on the Learning of the Way still have problems to be solved because of his later assessment. In particular, following Yi Hwang's remarks, "Geunse Dohakjisong," Jeong Gu worked enthusiastically to establish a thorough position on the external grandfather, which was eventually intended to reveal that the Learning of the Way, which was cut off after Neoconfucianism, was initiated by Kim Goeng-pil of Korea and passed on to him through Yi Hwang. Also, this 'Confucian orthodoxy' cannot but be considered in 'the Academic Lineage'. In other words, the attitude of "Aiming at Quietness Maintenance Devotion" emphasized by Kim Goeng-pil affects the formation of one's own psychology through this transition. In addition, the combination of the practicality of SoHak and 'following the path of study' foreshadowed the completion of the two paths 'Thought on the Concertian Rites' and the development of 'Shilhak.'

KCI등재

5겐지모노가타리 박물관을 통해 본 "고소설 문학관"의 입지

저자 : 백운용 ( Baek Woon Young )

발행기관 : 택민국학연구원 간행물 : 국학연구론총 25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49-173 (2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국내에는 수많은 문학 관련 박물관이 있지만, 고전문학 그 가운데 고전 서사를 중심으로 한 박물관은 거의 없는 실정이다. 고전 서사를 중심으로 한 문학박물관은 현대문학 중심 박물관 일변도의 '관람 피로'를 해소할 수 있고, 고전서사 갈래는 그 자체로 다양하고 무수한 활용성을 갈무리하고 있는 콘텐츠이기도 하니, 그 활용성이 기존의 문학관보다 나을 수 있다.
고전 서사의 중심은 고소설이기 때문에 고전 서사 중심의 박물관은 필연적으로 고소설 문학관이 될 것이다. 고소설 문학관을 건립한다면 국내외의 성공적인 박물관을 벤치마킹할 필요가 있다. 일본 우지시에 있는 <겐지모노가카리 박물관>은 연간 방문자가 수십만에 이르는 성공적인 박물관으로, 좋은 참고가 될 만하다.
<겐지모노가카리 박물관>의 성공 요인은 일본 최초의 장편소설이라는 작품 내적 매력뿐만 아니라 세계문화유산인 뵤도인, 지역 특산물인 말차, 대중교통의 용이한 접근성 등에서 찾을 수 있다. 게다가 '시민을 위한 문화 창조와 평생 학습에 도움이 되는 시설'이라는 목적에 걸맞은 교육 프로그램의 활성화가 큰 역할을 하였다.
고소설 문학관도 이러한 조건을 충족시키면서 다양한 작품을 바탕으로 수준 높은 전시를 할 수 있고, 교육적 활용도 가능하다. 대구는 접근성과 연계성이라는 외적 입지 조건이 적절하다. 이뿐만 아니라 서사문학작품의 유통과 전파의 본산지였다는 점, 480여 종의 필사본 고소설을 확보할 수 있다는 점, 전통시대와 현대의 가교로서의 기능을 담당할 수 있다는 점 때문에 더욱 좋은 조건이라 할 수 있다. 또 자유학기제가 확대 되고 인문학 콘텐츠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등 사회적 여건도 무르익었기에 더욱 성공 가능성이 높다고 할 수 있다.
이를 위해서는 고소설에 대한 이해가 높아져야 한다는 선결 과제가 있다. 이는 역주와 번역을 통해 이루어질 수 있는데, 고소설 문학관은 이런 과제를 해결하는 전문적인 기관으로서의 역할도 충실히 할 것으로 기대된다.


There are many literary museums in Korea, but there are few museums centering on classical narratives among classical literature. The classical narrative-focused literary museum can solve the 'museum fatigue' of modern literature-oriented museums, and since the branch of classical narratives is itself the content that captures various and numerous uses, its usage is better than that of existing literary museums.
On the other hand, classical narrative is based on classical Korean novels, so a classical narrative-oriented museum will inevitably become a classical Korean novel museum. If a classical Korean novel museum is built, it needs to be a benchmark for successful museums at home and abroad. Since there is no example in the country, we have to find an example outside the country. < Genji Monogatari Museum > in Uji, Japan is a good reference because it is a successful museum with hundreds of thousands of visitors per year.
The success factors of the < Genji Monogatari Museum > can be found not only from the internal attraction of a work as the Japan's first feature-length novel, but also from its accessibility to the world's cultural heritage Byodo-In, local specialties malcha, and public transportation. In addition, the activation of an educational program that befits the purpose of 'a facility creating a culture for citizens and contributing to lifelong learning' plays a major role.
Our classical novel museum can provide high quality exhibitions based on various works while satisfying these conditions, and it can be used educationally. Daegu's location is appropriate, and in particular, the location is far better because it can secure 480 kinds of < classical Koran novel transcription owned by Prof. Kim Kwang-soon >. Furthermore, as the Free Learning Semester(FLS) has expanded with the growing interest in humanities content, social conditions are also ripe, thereby increasing the likelihood of success.
To this end, there is a pre-requisite that the understanding of classical Korean novels should be enhanced. There is nothing like translation and annotation for enhancing the understanding of novels. In this sense, the project < Translation and Annotation of Transcription of Classical Korean 100 Novels > is of great significance and should be continued.

KCI등재

6『백운화상어록』의 편집 체제와 산문 서술 방식

저자 : 전재강 ( Jeong Jae Kang )

발행기관 : 택민국학연구원 간행물 : 국학연구론총 25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75-203 (2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여기서는 고려말 백운경한 선사의 어록 체제와 산문 서술에 대하여 논의하였다. 이는 선사의 문집이라 할 수 있는 어록 체제를 살핌으로써 유가문집과의 대비적 특징은 물론 백운 어록의 독자적 편집 원리를 발견하고 이런 형식의 기록을 통하여 지향한 의도가 무엇인가를 구명하기 위한 논의이다. 또한 어록이라는 용어 자체가 말의 기록이라는 의미를 가지고 있고 말이 기록되면서 산문으로 서술되기 때문에 이를 말하기 측면에서 논의하여 선사 문학 자체의 역동적 입체적 성격과 그 의의를 파악하고자 하였다. 먼저 어록 체제가 보인 얼개와 체제 구성의 몇 가지 원리를 논의하였다. 『백운화상어록』의 체제는 상하로 되어 있고 불경의 일반적 영향으로 상권에는 산문 중심, 하권에는 산문과 운문 문건을 함께 실은 양상을 보여 주었다. 이는 유가문집이 맨 앞 책에 시를, 뒤이어 산문을 배치하는 것과 달리 제자들이 백운어록의 기본 자료가 본래 가진 성격에 따라 어록을 편집, 간행한 결과였고 그의 어록은 시기적으로 봐서 석옥의 어록이나 태고 어록의 편집 체제에도 영향을 끼친 것으로 나타났다. 어록 전체 편집에는 공적인 자료를 앞에 사적인 사료를 뒤에 배치하는 선공후사의 원리, 산문을 앞에 운문을 뒤에 배치하는 선산후운의 원리, 어록 편집자가 자기 스승을 높이고 드러내는 존사현양의 원리, 또 작품이 창작된 물리적 시간 순서에 따라 작품을 배치하는 자연시간의 원리라는 네 가지 원리가 유기적으로 상호 작용되어 편집된 결과가 바로 『백운화상어록』임을 논증했다. 다음은 산문서술 방식을 논의했다. 어록은 기본적으로 경전과 같이 말하기가 기록되어 이루어진 결과물이다. 설법이라는 교시적인 말하기를 기록하는 과정에 말하는 사람의 동작이나 말하기 행위를 드러내는 지문을 삽입하여 백운어록이 타인에 의한 기록이며 또한 교시적 말하기가 기록으로 전환된 양상을 보여주었다. 그리고 교시를 위한 설법이라는 말하기가 기본적으로 일방적 말하기이지만 그중에는 불경에 보이는 질문에 대한 긴 설명의 대답과는 달리 특정 인물과 주고받는 짧고 긴장된 대화를 지속하는 쌍방적 말하기의 현장감과 역동성을 보여주었고, 상대적으로 더 비중 있게 다루어진 산문 서술에서 빈번하게 게송과 같은 운문을 수용하여 시적 말하기의 방식을 수용하고 있었는데 이는 불경의 방식을 따르면서도 그와는 달리 주장을 뒷받침하기 위해 개념적 설명이 아니라 형상화하여 묘사하거나 정서적 공감을 통한 교시 효과를 제고하기 위한 것이었다. 여기서는 거시적 관점에서 어록 체제와 산문 서술을 살펴봤는데 백운경한의 문학에 대한 연구는 그가 선사인 만큼 그 시에서 선적 표현을 구체적으로 어떻게 하고 있는지를 논의할 일이 남아 있다.


This paper is written in order to research the editing system of the Quotation from the Great Seon master Baekwoon and a prose description. This consists of two parts: A study on the editorial process of the Quotation from Great Seon master Baekwoon and a study of the prose description.
First, in the study on the edit system of the Quotation from Great Seon master Baekwoon, there are two themes to research: The outline of the edit system of the Quotation from Great Seon master Baekwoon and the principle of the edit system.
Second, regarding the prose description of the Quotation from Seon master Baekwoon, there are three items to research. The first item is the fact that the oral instruction was converted into text. The second item is the fact that the one-way dharma talking has received two-way speaking. The third item is the fact that the prosaic talking has received poetic talking.
Although I researched the edit system of the Quotation from Great Seon master Baekwoon and prose description of the Quotation from Seon master Baekwoon, there can be the other things to research about these kinds of theme. I will continue studying other themes that are related soon.

KCI등재

7한국 대학 중국어 전공 학생의 다문화 감수성 조사 연구

저자 : 程鈺情 ( Cheng Yuqing ) , 朴炯春 ( Park Hyeongchun )

발행기관 : 택민국학연구원 간행물 : 국학연구론총 25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205-226 (2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다문화 공동체 내에서의 타문화 수용과 이해 정도는 문화적 개방성과 공존 가능성을 높이는 척도이다. 타문화를 어떻게 이해하고 해석하며 포용하느냐의 문제는 인간 존중과 타문화에 대한 배려, 그리고 공동체 내의 결속력, 수용력, 시민의식 등과 밀접한 연관성을 가진다. 문화는 서로 각기 다른 집단의 사회적 특성이 굳어져 이루어낸, 한 사회의 고유 산물이다. 글로벌 언어 소통력이 높으면 문화 이해력도 증진된다. 글로벌 언어소통 능력은 곧 다문화 소통 능력과 직결된다.
본 고는 한국 대학에서 외국어로서 중국어를 배우고 있는 학생들의 다문화 이해력, 수용력, 감수성이 어떻게 발현되고, 또 어떠한 차이를 보이는지에 대해 알아보기 위해 중국어 전공 학생들을 상대로 학년, 중국어 학습 기간, 일일 학습시간, 중국 방문 여부, 학습 목적의 중국 체류 경험 여부, 중국 친지 보유 여부, 향후 중국 방문 계획 등 측면에서 설문 조사를 통해 알아보았다. 결과적으로 일일 중국어 학습시간, 중국 방문 경험, 중국 친척 보유 여부 영역의 다문화 감수성 수용 정도에 비교적 유의미한 차이가 존재하고 있었다.


In the intercultural community, the acceptance and understanding of other countries' cultures is the standard for measuring cultural openness and cultural symbiosis. How to interpret and accept the cultures of other countries is closely related to mutual respect between people, concern for other cultures, and the cohesiveness, receptiveness, and civic awareness of the intercultural community. Culture is the inherent product of society in which the social characteristics of different groups are constantly strengthened. The improvement in global language communication ability can enhance cultural understanding. Global language communication ability refers to the intercultural communication ability.
This paper takes Korean college students learning Chinese as a foreign language as the research object in order to study their intercultural comprehension ability, receptiveness, sensitivity, etc. In order to study the difference students majoring in Chinese are taken as the object to investigate their differences from the aspects of their experience, such as: when they started learning Chinese, time spent learning Chinese every day, whether they have been to China, whether they have stayed in China for the purpose of learning Chinese, whether they have Chinese relatives or friends, and whether they have plans to go to China, etc. The result of the study shows that factors such as daily study time, whether they have been to China, whether they have Chinese relatives or friends, etc. have a significant influence on intercultural sensitivity.

KCI등재

8사찰벽화 심우도(尋牛圖)에 나타난 화엄사상의 현대적 의미

저자 : 임홍경 ( Im Hong Gung ) , 홍상욱 ( Hong Sang Ook )

발행기관 : 택민국학연구원 간행물 : 국학연구론총 25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227-257 (3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사찰벽화 尋牛圖에 나타난 화엄사상의 현대적 의미를 고찰하여, 급변하는 시대에 무한경쟁과 스트레스로 인한 불안, 우울 등을 경험하는 현대인들에게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해답을 이끌어내는 동시에 곧 다가올 제4차 산업혁명 시대를 살아가는 지혜를 얻고자 하는데 그 목적을 두고 있다.
尋牛圖는 소를 통하여 자신의 본성을 회복해 가는 과정을 10단계로 표현한 그림이다. 사찰벽화 심우도에 나타난 화엄사상의 현대적 의미를 고찰하면, 다음과 같이 살필 수 있다.
첫째, 심우도에서는 자기 본성을'소(牛)'에 비유하여 번뇌로 덮인 소를 길들이고 본래의 깨끗한 소로 회복해 가는 과정을 담고 있는데, 여기에서『華嚴經』의 佛性思想을 찾아볼 수 있다. 즉, 모든 사람은 佛性이 있고 佛身이 우주에 두루 충만하다는 것이다. 따라서 심우도에 나타난 불성사상을 통하여 현대인들이 명상과 자아성찰의 시간을 갖는다면 경쟁과 스트레스로 힘든 마음을 치유하고 인성회복의 효과를 기대할 수 있을 것이다.
둘째, 심우도 각 단계별로 화엄의 法界緣起思想인 四法界緣起와 연결시킬 수 있다. 심우도에서 동자가 소를 찾아 나섰다가 다시 소를 타고 근원인 집으로 돌아온 뒤 결국 너와 나가 없이 모두가 하나로 연결되는 구도는 화엄사상의 법계연기의 철학적 구조와 유사하다. 즉, 우주의 모든 사물은 그 어느 하나라도 홀로 일어나는 일이 없이, 끝없는 시간과 공간 속에서 서로가 서로의 원인이 되며, 대립을 초월하여 하나로 융합하고 있다는 것이다. 따라서 이와 같은 가르침은 갈등과 폭력, 개인주의가 팽배한 현 시대에 조화와 화합의 원융무애한 길을 제시할 뿐만 아니라 미래의 초연결 사회에서 회통과 공존의 연기적 관계의 지혜를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
셋째, 화엄의 普賢行願思想은 심우도의 마지막 단계인 입전수수에서 포대화상이 저자에 나아가 이웃에게 손을 내미는 실천행으로 드러난다. 앞으로 세계인류가 전쟁이나 환경오염 등의 불안에서 벗어나 함께 공존하는 길은 자신의 공덕을 이웃에 돌리고 봉사하는 실천행에서 그 해답의 실마리를 찾을 수 있다.
심우도는 대부분의 한국사찰 벽화에서 만나볼 수 있기 때문에 누구나 쉽게 심우도를 통하여 자기성찰과 치유를 얻고 세상을 살아가는 지혜를 발견하는 기회를 가질 수 있다. 또한 현대인들이 자신의 공덕을 이웃에게 베푸는 삶을 살아간다면 자신의 인성회복은 물론 인류와 환경생태계가 공존하는 연기적 관계 실현에 좋은 영향을 미칠 수 있을 것이라 사료된다.


Modern people living in a rapidly changing era are experiencing various social problems such as infinite competition, stress, anxiety, depression, and suicide. In addition, we need to prepare for the future called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In this regard, the Hwaeom thought of Buddhism would be a good example to provide the answer. A place where modern people can easily find opportunities to find themselves is through temples and mural paintings of Simwoodo. One can get good wisdom to prepare for a future society through the meaning and harmony of Simwoodo. It is necessary to look at Shimwoodo and Hwaeom thoughts, Buddha statues, legal acting thoughts, and Bowon Haengsang thoughts.
First, the Buddha statue was found in the cow of the cow, who was looking for her own cow. Simwoodo contains the process of taming and recovering a cow (nature) stained with anguish. The practice, based on Buddha-nature ideology, can expect to effect humanities recovery through the healing, meditation and self-reflection of modern people.
Second, I linked the picture of the ten stages of Shim Woo-do with the 'Legal Justice Actress', a legal acting ideology. The Hwaeom acting ideology suggests a path of harmony and harmony in the present era of conflict, violence and individualism. We can find the wisdom of equal and smooth human relations without discrimination in the future 'super-connected' society, in which the heavy and heavy acting ideology that everyone is connected to each other without falling into each other.
Third, the idea of Bowon Haengwon is revealed as the practice of Bohyeon Haengwon in the final stage of Shim Woo-do. In the future, the way that humanity in the world coexists finds a clue to the answer in Bohyun's practice of sharing his merit with regeneration.
Sim Woo-do is a painting that can be easily found in most Korean temple murals. People also have a shift in perception of reflecting on themselves through deepness. It is thought that if we recognize the original 'cow' in our lives and practice Bohyeon's practice, it will have a good influence on not only our recovery of personality and healing, but also the realization of true human relationships.

KCI등재

9퇴재(退齋) 권민수(權敏手)의 시(詩)와 상소문(上疏文) 일고(一考)

저자 : 김원준 ( Kim Won Jun )

발행기관 : 택민국학연구원 간행물 : 국학연구론총 25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259-287 (2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퇴재 권민수에 대한 연구는 문헌의 不傳으로 인해 한계가 있다. 퇴재의 시와 문은 『續東文選』과 왕조실록을 통해서만 확인될 뿐이다. 『續東文選』에는 3제 4수의 시가 수록되었고, 실록에는 퇴재의 주장과 견해가 논리적으로 전개된 상소 17편이 기록되어 있다. 퇴재의 시문을 제대로 이해하고 평가하기에는 부족한 자료이지만 그 일면을 가늠할 수 있는 자료가 된다. 퇴재가 남긴 4수를 통해 나타난 시적 특징은 평이하고 담박함에 있다. 때로는 파격을 보이고 있지만 어려운 시어나 용사의 사용 대신 자연스럽게 언어를 구사하고 있어 평담하고 청신한 사림문학의 기품을 담아내고 있다.
퇴재 시에 비해 文은 실록에 수록된 상소가 상당수 기록되어 있어 그의 현실인식을 이해할 수 있는 근거가 된다. 17편의 상소문에서 퇴재가 특히 강조했던 것은 嚴軍政, 納諫諍, 立紀綱, 謹天戒이다. 이 가운데 가장 힘주어 강조했던 것은 언로의 소통이다. 퇴재의 납간쟁은 그 대상이 누구냐에 따라 차별성을 보인다. 언로의 소통이 차단된 연산군에게는 간쟁의 원론적 가치와 함께 간쟁을 대하는 군신간의 역할에 중심을 두었다면 언론의 소통이 이루어졌던 중종에게는 聽納을 잘 받아들였던 초심을 유지할 것을 당부하고 있다. 남겨진 시문의 不存으로 퇴재의 시적 특징과 현실인식 일부를 고찰하는 데 그쳤다.


The study of Toejae Kwon Min-soo(退齋 權敏手) is limited due to the lack of literature. The poems and writings of Toejae were included in 『Sokdongmunsun(續東文選)』 the poems of the four, and 17 appeals were recorded in the Sillok(實錄). The poetic characteristics of the four left by Toegjae are candid and simple. It is sometimes shocking, but it uses language naturally instead of the use of difficult poems or warriors, capturing the elegance of plain and fresh Sarim literature(士林文學). Compared to the time of expulsion, many of the appeals contained in the Sillok are recorded, which is the basis for understanding his perception of reality. In the appeal of the 17th installment, what the expulsion particularly emphasized is communication between words. The inform for a superior differs depending on who is the target. If Yeonsan-gun(燕山君), whose communication with the language has been blocked, focuses on the fundamental value of the adultery and the role of the king and servant in communication, it is advised that Jungjong(中宗), who had communicated with the media, should maintain his original intention of accepting the adultery well.

KCI등재

10조사연속구성 문법 기술 내용에 대한 중국인 학습자의 요구 분석 연구

저자 : 왕단단 ( Wang Dan Dan )

발행기관 : 택민국학연구원 간행물 : 국학연구론총 25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289-309 (2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연구는 한국어 조사연속구성 문법 기술 내용에 대한 중국인 학습자의 학습 요구를 밝히는 것을 목적으로 하며, 이를 통해 효과적인 조사연속구성 문법 기술 내용을 마련하는 데 기여하고자 한다.
문법 기술은 문법 교육에서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한다. 효과적인 문법 기술 내용은 외국인 학습자가 문법을 학습하는 데 크게 도움이 되기 때문이다. 그동안 조사연속구성에 관한 문법 기술에 대한 연구가 이루어지지 않아 본고에서는 조사연속구성 문법 기술에 초점을 맞추어 중국인 학습자가 조사연속구성 문법 기술 내용에 대해 가지는 학습 요구를 설문을 통해 조사하고, 그 결과를 SPSS 21로 분석하였다. 연구 결과, 중국인 학습자가 학습자 질문 정보, 제약 정보, 맥락 정보 그리고 유사 문법 정보, 학습자 오류 예시 정보, 중국어 대응 정보, 관련 문장 예문 정보에 대해 학습 요구를 보이고 있음을 확인하였다. 이는 중국인 학습자가 접하는 한국어 학습 자료의 문법 기술 양상과 관계가 있으며 현재 한국어 학습 자료의 조사연속구성 문법 기술 현황을 반영하고 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clarify the learning needs of Chinese learners about the content of grammar descriptions in continuous research. Through this, we hope to contribute to the preparation of the content of grammar descriptions for the continuous survey.
Grammar description plays a very important role in teaching grammar. This is because effective grammar description greatly helps foreign learners with grammar. Since there has been no research on grammar description related to survey continuation constructs, this study focuses on grammar description in survey continuation constructs, and the learning needs of Chinese learners's grammar description contents for survey continuation constructs by surveying them, and analyzing the results with SPSS 21. The study results show that Chinese learners need to learn information about learner questions, constraint information, conversational information, similar grammar information, error examples, Chinese correspondence information, and related sentence examples. This result is related to the aspect of grammar description of Korean materials encountered by Chinese learners, and reflects the current status of the grammar description of Korean learning materials.

12
권호별 보기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 | | |
1연안해역에서 석유오염물질의 세균학적 분해에 관한 연구

(2006)홍길동 외 1명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해당 간행물 관심 구독기관

고려대학교 순천향대학교 동국대학교 전남대학교 연세대학교
 27
 22
 18
 15
 14
  • 1 고려대학교 (27건)
  • 2 순천향대학교 (22건)
  • 3 동국대학교 (18건)
  • 4 전남대학교 (15건)
  • 5 연세대학교 (14건)
  • 6 서울대학교 (13건)
  • 7 이화여자대학교 (10건)
  • 8 영남대학교 (9건)
  • 9 성균관대학교 (9건)
  • 10 부산대학교 (8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