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대한췌장담도학회> 대한췌담도학회지

대한췌담도학회지 update

The Korean Journal of Pancreas and Biliary Tract

  • : 대한췌장담도학회
  • : 의약학분야  >  소아과학
  • : KCI후보
  • :
  • : 연속간행물
  • : 반년간
  • : 1976-3573
  • : 2288-0941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4권1호(1999)~25권2호(2020) |수록논문 수 : 622
대한췌담도학회지
25권2호(2020년 07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후보

1췌장암의 선별 검사와 조기 진단

저자 : 장재혁 ( Jae Hyuck Chang )

발행기관 : 대한췌장담도학회 간행물 : 대한췌담도학회지 25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65-71 (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췌장암은 진단 시 대부분 증상이 동반되며, 수술이 불가능한 경우가 80% 이상인 예후가 나쁜 암이다. 만일 췌장암의 조기발견으로 진단 당시 병기가 낮아져 수술 절제 가능한 환자가 늘어날 수 있다면 췌장암 환자의 생존율이 증가할 수 있을 것이다. 췌장암을 조기 발견하고자 하는 노력이 지속적으로 이루어지고 있지만 췌장암의 낮은 유병률로 인하여 일반 대중을 상대로 선별 검사를 시행하는 것은 적절하지 않다. 과잉 진단의 위험을 줄이고 췌장암의 위험도가 높은 대상에서 췌장암의 조기발견을 할 수 있도록 가족력, 점액성 낭성종양, 만성 췌장염, 새로 진단된 당뇨와 같은 고위험 환자군을 대상으로 선별 검사가 이루어져야 할 것이다. 이러한 환자군에서 언제, 얼마나 자주 선별 검사를 시행할 것인지와, 진단을 위해 어떠한 바이오마커 및 영상 검사를 시행할지 결정해야 한다. 하지만 아직까지 검증된 혈액 기반의 바이오마커가 없고, 적절한 영상 검사 방법, 검사의 시기와 빈도 등도 확립되어 있지 않아 향후 더 많은 연구가 필요하다.


More than 80% of patients with pancreatic ductal adenocarcinoma (PDA) present with symptomatic, surgically unresectable disease. If a “stage shift” from the current 20% resectable proportion to greater by early detection can be achieved, it will unequivocally lead to improved survival in this otherwise dismal disease. Although the goal of early detection of PDA is laudable, the relatively low prevalence PDA renders general population screening infeasible. To avoid the perils of overdiagnosis and to focus early detection efforts on individuals deemed to be at higher-than-average risk, we need to define those subsets of individuals, such as familial kindred and patients with precursor cystic lesions, chronic pancreatitis, and new-onset diabetes. The next step is to determine when and how often to conduct surveillance in the atrisk individuals and the modalities (biomarkers and imaging) that will be used in the surveillance and diagnostic settings, respectively. Nonetheless, vast challenges still remain in terms of validated blood-based biomarkers, imaging modality, and when and how often the surveillance.

KCI후보

2췌장암의 항암치료와 방사선 치료 최신 지견

저자 : 성민제 ( Min Je Sung ) , 방승민 ( Seungmin Bang )

발행기관 : 대한췌장담도학회 간행물 : 대한췌담도학회지 25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72-82 (1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췌장암은 현재 가장 위협적인 악성종양 중 하나로, 5년 생존율이 10%밖에 되지 않는다. 이렇게 췌장암의 예후가 불량한 데에는, 항암화학요법에 반응이 저조한 것과 조기발견을 위한 효과적인 방법의 부재가 주요한 이유로 생각된다. 여러 치료 방법 중에서 수술적 절제만이 췌장암의 완치를 기대할 수 있다. 그러나 수술 후 재발률은 여전히 50% 이상으로 높고, 절제 가능한 단계로 진단되는 환자의 비율은 췌장암 환자 중 15% 미만으로 현저히 낮다. 그래서 항암화학요법과 방사선 치료는 췌장암 치료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게 된다. 췌장암 치료 중에서, 전이성 췌장암에 폴피리녹스(F O L F I R I N O X )와 젬시타빈 / 냅 - 파클리탁셀(Gemcitabine/nab-paclitaxel)을 도입한 후에야 두 자릿수 생존율을 기대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경계 절제 가능 췌장암과 절제 가능 췌장암에서 동시 항암화학방사선요법을 포함한 선행 항암치료법이 수술을 먼저 시행하는 치료 방법보다 우수하다고 보고되었다. 최근에는 폴리아데노신 디프인산-리보오스 중합효소(PARP) 억제제, 면역항암제 등 여러 표적제들이 췌장암에 시도되고 있다. 이제 췌장암 치료에서 중요한 위치에 있는 항암화학요법과 방사선 치료의 현황에 대하여 설명하고자 한다.


Pancreatic cancer is still one of the most aggressive malignancy, showing 10% of 5-year survival. Among the several reasons of the grave prognosis, the poor response to chemotherapeutic agents and the absence of effective tool for early detection are the most important. Regarding treatments, surgical resection is still positioned as the only one for expecting the cure of pancreatic cancer. However, the rate of recurrence after surgery is still high as more than 50%. And the portion of patients who are diagnosed at the resectable stage is still less than 15% of all cases. So, chemotherapy and radiotherapy are the main players for combating with pancreatic cancer. After the introduction of outcomes of FOLFIRINOX, and gemcitabine/nabpaclitaxel for metastatic pancreatic cancer, two-digit overall survival can be expected. And, neoadjuvant treatments including concurrent chemoradiation therapy for borderline resectable pancreatic cancer and/or resectable pancreatic cancer are reported as superior to upfront surgery. More recently, several target agents including polyadenosine diphosphate-ribose polymerase inhibitors and immunologic drugs are under evaluation for pancreatic cancer. So, herein, current status of chemotherapy and radiation therapy for pancreatic cancer will be addressed.

KCI후보

3국소 진행성 췌장암에서의 내시경적 국소 치료

저자 : 황준성 ( Jun Seong Hwang ) , 고성우 ( Sung Woo Ko ) , 소훈섭 ( Hoonsub So ) , 송태준 ( Tae Jun Song )

발행기관 : 대한췌장담도학회 간행물 : 대한췌담도학회지 25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83-92 (1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췌장암은 예후가 불량하며, 수술적 절제를 통해서만 완치를 기대할 수 있으나 20% 내외의 환자만이 근치적 절제가 가능한 병기에서 진단이 된다. 또한 전신 항암화학치료에 대한 반응도 좋지 않아 항암화학 요법의 개선에도 불구하고 절제 불가능한 췌장암의 예후는 특히 불량하다. 국소진행성 췌장암의 경우 조기의 적극적인 치료로 종양의 용적을 감소시켜 병기를 낮출 수 있다면 수술적 치료가 가능해질 가능성이 있기 때문에 전신 항암화학요법과 병행하는 내시경적 국소 치료의 중요성이 더욱 높다고 할 수 있다. 국소 치료의 종류로는 항암제나 바이러스 벡터를 종양에 주입하는 EUS-FNI와 RFA, IRE 등의 국소 종양제거술(local ablative therapy), 정위적 방사선 치료를 위한 표식자 삽입(fiducial marker insertion), 악성 담도 폐쇄 시 삽입한 스텐트 기능 유지를 위한 약물-배출 스텐트 삽입 등이 있다.


Pancreatic adenocarcinoma is one of the cancers with the poorest prognosis, and its incidence has gradually increased to become the 9th most common cancer in Korea in 2016. Surgical resection is the only treatment option to improve the cure and longterm survival rate. Unfortunately, only 10% to 20% of all pancreatic cancer patients present with resectable disease, because of common symptoms are rarely noticeable in its early stages and disease progress very quickly. Unresectable pancreatic cancer can be divided into locally advanced pancreatic cancer (LAPC) and metastatic disease. Pancreatic cancer with distant metastasis accounts for about 40–60% of the total pancreatic cancer and systemic chemotherapy is considered as standard treatment. LAPC is observed in 30–40%, defined as the tumor surrounding major blood vessels (especially, celiac artery and superior mesenteric artery) more than 180° without distant metastasis which cannot be completely removed by surgery. Standard treatment for LAPC has not yet been established, and chemotherapy and radiotherapy have mainly been used, but in most cases, response to these therapeutic options has been limited. As imaging techniques, endoscopic devices and procedures have recently been developed and the role of local endoscopic therapies for LAPC has expanded. This article provides an overview of local endoscopic treatment for LAPC such as injection therapy, radiofrequency ablation (RFA), irreversible electroporation (IRE), radiotherapy and drug-delivery stent insertion.

KCI후보

4췌장담도 질환에서 내시경적 고주파 소작술의 최신 지견

저자 : 조재희 ( Jae Hee Cho )

발행기관 : 대한췌장담도학회 간행물 : 대한췌담도학회지 25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93-99 (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진단 및 치료의 발전에도 불구하고 췌장담도 악성 종양은 여전히 증가하고 있다. 수술적 절제는 유일한 완치를 기대할 수 있는 치료법이지만 대부분의 환자들은 초진단 시 국소 진행 또는 전이성 종양으로 확인되기 때문에 수술이 불가능한 경우가 많다. ERCP 또는 EUS 유도하 RFA와 광역학치료 등은 직접적으로 암 조직을 소작할 수 있는 국소 치료법으로 예후가 불량한 췌장담도암 환자에서 효과적인 치료법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아직 충분한 연구가 진행되지는 못하였지만 ERCP 유도하 ID-RFA는 악성 담도 협착에서 안정성과 유용성이 확인되었고, 추가적인 연구를 통해 장기 효과에 대한 검증이 진행되고 있다.


Despite rapid changes in diagnosis and treatments, pancreatobiliary malignancy has increased in recent years and still has a poor prognosis. Although mainstay of treatment depends on the type of malignancy and the stage, only surgery can be expected to cure, but difficult to apply in all patients. Because most of them are diagnosed at locally advanced or metastatic at presentation, local treatment such radiofrequency ablation (RFA) and photodynamic therapy is emerged as promising therapeutic modality which can directly ablate the malignant tissues in addition to systemic anti-cancer treatment. To date, some studies could support beneficial effects of them, however it has not been confirmed whether RFA is related to favorable treatment outcomes in patient with pancreatobiliary malignancies. Therefore, this review focuses on clinical application and appropriate use of endoscopic retrograde cholangiopancreatography guided intraductal RFA along with their benefits and complications.

KCI후보

5IgG4 연관 간담도 질환의 최신 지견

저자 : 문성훈 ( Sung-hoon Moon )

발행기관 : 대한췌장담도학회 간행물 : 대한췌담도학회지 25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00-106 (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IgG4 연관 질환은 전신의 다양한 장기에 염증 및 섬유화를 일으키는 질병으로 치료의 근간은 스테로이드이다. 아직까지 병리생리학적 기전은 명확히 알려져 있지 않으나, 유전적으로 민감한 개인이 면역원에 반복적으로 노출되어 IgG4 연관 질환의 면역반응이 시작되는 것으로 설명하고 있다. IgG4는 항염증 역할을 하는 항체로서 조직 손상을 줄이는 역할을 하는 것으로 생각된다. 혈청 IgG4의 증가가 진단에 이용되지만 특이도가 아주 높지는 않아서 IgG4/IgG 비율, IgG4/IgG1 비율, IgG4/IgG RNA 비율 등과 같은 방법들이 시도되고 있다. 조직의 IgG4 양성세포 침착을 진단에 이용할 때 IgG4/IgG 양성세포 비율 또한 중요하다. 스테로이드 치료는 30-40 mg/day의 고용량 스테로이드를 사용 후 점차 테이퍼링 한 후, 재발의 위험이 높은 경우 저용량 스테로이드 또는 azathioprine 유지요법을 시행한다. IgG4 연관 경화성 담관염의 예후는 양호하여 간부전이나 담관암이 잘 발생하지 않는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 향후 대규모 코호트의 장기추적 연구가 필요하다.


The emergence of the new disease entity of steroid responsive immunoglobulin G4 (IgG4)-related hepatobiliary disease has generated considerable interest among hepatobiliary society. IgG4-related hepatobiliary disease refers to mainly IgG4- related sclerosing cholangitis (IgG4-SC), and includes a small number of IgG4- related hepatopathy. As IgG4-SC responds well to glucocorticoid therapy, IgG4- SC should be differentiated from cholangiocarcinoma and primary sclerosing cholangitis. Timely diagnosis of IgG4-SC can lead clinicians to prescribe adequate glucocorticoid treatment that can reverse bile duct strictures and cholestatic liver function. Differentiation of IgG4-SC from primary sclerosing cholangitis is sometimes challenging because serum IgG4 and tissue IgG4 have demonstrated low positive predictive value in this setting. Recent research suggested that blood IgG4/IgG RNA ratio by quantitative polymerase chain reaction can be used for differentiation. Although most patients with IgG4-SC/autoimmune pancreatitis respond to glucocorticoid therapy, they frequently experience relapse of disease. The suggested relapse factors included very high serum IgG4, diffuse enlargement of the pancreas, proximal IgG4-SC, and multi-organ involvement. This review discusses the recent advances in the pathogenesis, diagnosis, management, disease relapse, and monitoring disease activity of IgG4-SC.

KCI후보

6원발성 경화성 담관염과 원발성 담즙성 담관염의 최신 지견

저자 : 안동원 ( Dong-won Ahn )

발행기관 : 대한췌장담도학회 간행물 : 대한췌담도학회지 25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07-117 (1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원발성 경화성 담관염과 원발성 담즙성 담관염은 모두 면역 반응을 매개로 하는 만성 간질환이다. 원발성 경화성 담관염은 담관의 염증과 섬유화로 인한 다발성 담관 협착을 특징으로 하는 질환으로 대부분의 경우, 비대상성 간경변증으로의 진행으로 인해 간이식을 필요로 하는 질환이다. 대부분의 원발성 경화성 담관염의 진단에서 영상학적 소견을 통한 특징적인 담관 협착 소견이 중요하다. 원발성 경화성 담관염의 경우, 대부분 염증성 장질환이 동반되어 있고 담관암과 대장암의 발생 위험이 크게 증가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원발성 경화성 담관염에서 질병의 진행을 늦출 수 있는 것으로 입증된 약물 치료는 아직 없는 것으로 알려져 있고, 담관 협착으로 인한 급성 담관염이 발생하거나 임상적으로 담관암이 의심될 경우, 내시경 시술을 통한 조직 진단과 담관 배액이 필수적이다. 원발성 담즙성 담관염은 자가면역 기전의 담즙 정체성 만성 질환으로 적절한 치료를 하지 않으면 비대상성 간경변증으로의 진행으로 간이식을 필요로 하는 질환이다. 원발성 담즙성 담관염의 진단은 담즙 정체성 간염 소견과 특징적인 자가면역항체의 양성 소견으로 이루어진다. 원발성 담즙성 담관염의 임상 경과는 환자들에 따라 매우 다양하므로 적절한 치료가 시행되기 위해서는 약물 치료 전과 후의 위험도 평가가 필수적이다. 우르소데옥시콜산과 오베티콜릭산과 같은 약물 치료는 원발성 담즙성 담관염에서 간경변증으로의 진행을 늦추어 예후를 개선시키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Primary sclerosing cholangitis (PSC) and primary biliary cholangitis (PBC) are immunemediated chronic liver diseases. PSC is a rare disorder characterized by multi-focal bile duct strictures and progressive liver diseases, in which liver transplantation is required ultimately in most patients. Imaging studies such as magnetic resonance cholangiopancreatography have important role in diagnosis in most cases of PSC. PSC is usually accompanied by inflammatory bowel disease and there is a high risk of cholangiocarcinoma and colorectal cancer in PSC. No medical therapies have been proven to delay progression of PSC. Endoscopic intervention for tissue diagnosis or biliary drainage is frequently required in cases of PSC with dominant stricture, acute cholangitis, or clinically suspected cholangiocarcinoma. PBC is a chronic inflammatory autoimmune cholestatic liver disease, which when untreated will culminate in endstage biliary cirrhosis requiring liver transplantation. Diagnosis is usually based on the presence of serum liver tests indicative of a cholestatic hepatitis in association with circulating antimitochondrial antibodies. Patient presentation and course can be diverse in PBC and risk stratification is important to ensure all patients receive a personalised approach to their care. Medical therapy using ursodeoxycholic acid (UDCA) or obeticholic acid (OCA) has an important role to reduce the progression to end-stage liver disease in PBC.

KCI후보

7췌관선암종이 동시에 동반된 췌장의 장액낭선종양 1예

저자 : 박현진 ( Hyun Jin Park ) , 황준성 ( Jun Seong Hwang ) , 고성우 ( Sung Woo Ko ) , 소훈섭 ( Hoonsub So ) , 권재우 ( Jae Woo Kwon ) , 송태준 ( Tae Jun Song )

발행기관 : 대한췌장담도학회 간행물 : 대한췌담도학회지 25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18-122 (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장액낭성종양(serous cystic neoplasm)은 1978년 Compagno와 Oertel에 의해 처음으로 분류되었으며, 췌장낭성종양(pancreatic cystic neoplasm) 중 10-16%의 빈도를 나타낸다. 장액낭성종양은 악성화의 위험성이 있는 점액낭성종양(mucinous cystic neoplasm)이나 췌관내유두상점액종양(intraductal papillary mucinous neoplasm, IPMN)과는 달리 악성화의 위험성이 거의 없다고 알려져 있다. 또한 장액낭성종양은 일반적으로 고립병터로 발견되며 췌장의 다른 낭성종양, 만성 췌장염, 췌장암과 같은 췌장 병변과 같이 존재하는 경우는 매우 드물다. 그중에서도 췌관선암종(pancreatic ductal adenocarcinoma)이동반되는 경우는 거의 없다고 알려져 있다. 이에 저자들은 고이형성 췌장상피내종양(pancreatic intraepithelial neoplasm, PanIN)이 동반된 장액낭성종양과 인접한 위치에 췌관선암종이 동시에 발견된 증례를 문헌고찰과 함께 보고하고자 한다.


Serous cystic neoplasm (SCN) represents 10-16% of cystic pancreatic lesions, first classified by Compagno and Oertel at 1978. In contrast to mucinous cystic neoplasm or intraductal papillary mucinous neoplasm of pancreas which have malignant potential, SCN is thought to be exclusively benign as solitary lesion in nearly all cases. There has been rare reported association between the SCN and pancreatic ductal adenocarcinoma, and few cases were documented their coexistence. In this report, we present the case of SCN of the pancreas with literature review in which synchronous pancreatic ductal adenocarcinoma and pancreatic intraepithelial neoplasm coexist together.

KCI후보

8내시경역행담췌관조영술로 치료한 성인의 유전성 구상적혈구증에 의한 담도염

저자 : 박태영 ( Tae Yeong Park ) , 전제혁 ( Jae Hyuck Jun ) , 강화평 ( Huapyong Kang ) , 도영석 ( Young Seok Doh ) , 장지웅 ( Ji Woong Jang ) , 백일현 ( Il Hyun Baek ) , 정성희 ( Sung Hee Jung )

발행기관 : 대한췌장담도학회 간행물 : 대한췌담도학회지 25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23-127 (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유전성 구상 적혈구증은 적혈구 골격 형성 장애로 인하여 황달과 빈혈을 유발할 수 있는 질환이다. 국내 영유아 검진 및 국가예방접종사업 등으로 인하여 대부분 성인이 되기 전에 병의 진단 및 치료가 잘 이루어지고 있다. 하지만 빈혈, 비장종대를 동반한 성인 환자에서 간경변증의 증거 없이 간수치 상승이 동반되는 경우는 드물지만 유전성 구상 적혈구증 또한 감별진단에 포함시켜야 하며, 담관결석에 대한 가능성을 염두에 두어야 한다.


Hereditary spherocytosis is a disease caused by deficiency of erythrocyte lipid membrane protein. Hereditary spherocytosis shows hemolysis of erythrocyte, and it leads to anemia, jaundice by elevation of indirect bilirubin. Almost of patients are diagnosed in their infancy, and can be cured by splenectomy about their age 6-7. Herein, we report a rare case of 33-year-old male was suffered from gallbladder stone and cholangitis those are thought to be the late complications of hereditary spherocytosis. We performed endoscopic retrograde cholangiopancreaticography to remove common bile duct stones. After he got cholecystectomy and splenectomy, there was no recurrence of choledocholithiasis. This is the first case in Korea who didn't undergo splenectomy until grown up, shows cholangitis as a late disease manifestation of hereditary spherocytosis.

KCI후보

9내시경 초음파하 담관십이지장문합술을 이용하여 난치성 담관결석을 제거한 3예

저자 : 정영주 ( Yeong Joo Jeong ) , 최만기 ( Man Ki Choi ) , 홍승권 ( Seung Goun Hong )

발행기관 : 대한췌장담도학회 간행물 : 대한췌담도학회지 25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28-134 (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내시경역행담췌관조영술로 제거가 어려운 담관결석에 있어서 경피적 담석 제거 및 쇄석술은 잘 알려진 시술이다. 그러나 경피적으로 만들어진 누공을 확장하는 데 시간이 많이 걸리는 단점이 있다. 내시경 초음파하 담관십이지장문합술은 요즈음 이러한 난치성 담관결석을 제거하는 데 사용되고 있다. 저자들은 최근에 금속 스텐트를 이용한 내시경 초음파하 담관십이지장문합술을 이용한 경험을 소개하고자 한다. 세 명의 총담관 내지 간내 담관결석 환자에서 내시경역행담췌관 조영술로 제거가 실패한 후 다양한 도구를 사용해서 이 방법으로 제거하는 데 성공하였다. 심각한 출혈, 감염, 천공 등의 합병증은 없었다. 내시경 초음파하 시술로부터 퇴원까지 10-14일 정도가 소요되었다. 이 방법은 현재 아직 추가 검증이 필요하지만, 내시경역행담췌관조영술로 제거가 어려운 담관결석 환자에서 내시경 초음파하 삽입된 스텐트로 만들어진 누공을 통해서 제거하는 효과적이고 안전한 방법일 수 있다.


After failed removal of common bile duct or intrahepatic bile duct (IHD) stones by endoscopic retrograde cholangiopancreatography (ERCP), percutaneous lithotripsy is well-known as an effective procedure. However, it is time-consuming because multiple sessions of transhepatic tract dilatation are required. Endoscopic ultrasound (EUS)-guided choledochoduodenostomy (CDS) has been recently used to approach IHD to remove difficult bile duct stones. We recently experienced EUS-guided CDS performed with metal stent. Common bile duct or IHD stones were removed by retrieval accessories after initial failed or inadequate ERCP in three patients. Serious complications including bleeding, infection, and perforation were not noted. The duration of hospital stay from EUS-guided procedure to discharge ranged from 10 to 14 days. Although this result is interim and ongoing, it suggests that EUS-guided CDS might be an effective and safe procedure after failed ERCP to remove difficult bile duct stones through the tract.

KCI후보

10바터 팽대부 종양으로 오인된 십이지장 과형성 용종

저자 : 박진명 ( Jin Myung Park ) , 강창돈 ( Chang Don Kang )

발행기관 : 대한췌장담도학회 간행물 : 대한췌담도학회지 25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35-137 (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키워드 보기
초록보기
12
권호별 보기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 | | |
1연안해역에서 석유오염물질의 세균학적 분해에 관한 연구

(2006)홍길동 외 1명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해당 간행물 관심 구독기관

진주보건대학교 안산대학교 국회도서관 창원대학교 고려대학교
 43
 38
 28
 21
 19
  • 1 진주보건대학교 (43건)
  • 2 안산대학교 (38건)
  • 3 국회도서관 (28건)
  • 4 창원대학교 (21건)
  • 5 고려대학교 (19건)
  • 6 동양대학교 (12건)
  • 7 질병관리본부 (10건)
  • 8 인하대학교 (10건)
  • 9 을지대학교 (9건)
  • 10 가톨릭관동대학교 (8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