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아세아여성법학회> 아세아여성법학

아세아여성법학 update

Asian women law

  • : 아세아여성법학회
  • : 사회과학분야  >  법학
  • :
  • :
  • : 연속간행물
  • : 연간
  • : 1976-541X
  • :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1권0호(1998)~22권0호(2019) |수록논문 수 : 273
아세아여성법학
22권0호(2019년 11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1아이치트리엔날레와 '표현의 부자유'전

저자 : 박지윤 ( Park Ji Yoon )

발행기관 : 아세아여성법학회 간행물 : 아세아여성법학 22권 0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1-18 (1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2019년 국제예술제인 아이치트리엔날레에서 기획전으로 '표현의 부자유전, 그 후'가 마련되었다. 이 전시회는 특히 2014년 이후 검열의 대상이 되었던 작품을 전시하였는데 여기에는 한국의 작가들도 다수 참가하였고 소녀상도 있었다. 그러나 전시는 항의를 받아 3일 만에 중지되었고, 논란 끝에 극적으로 재개되었으나 일주일간 사전 예약을 받은 사람들에게 제한적으로 관람이 허용됐다. 이 연구는 전통적인 정의의 여신상이 아닌 새로운 형태의 정의의 여인상이 등장하고 있는 현상에 주목한다. 그리고 소녀상이 예술작품일 뿐만 아니라 정의의 알레고리를 동원하는 정의의 여인상이라는 점을 드러내고자 하였다. 예술작품으로서 조각상에서 나타나는 정의의 알레고리는 정의에 참여하는 감정을 일으킨다. 이와 같은 정의감의 순화는 예술작품을 통한 감정의 호혜적인 교류가 사랑으로 이어지는 가능성에 달려 있다.


“After Freedom of Expression” was prepared as a special exhibition at the Aichi Triennale, the international art festival in 2019. This exhibition presented works that are relating to censorship, especially since 2014. Many Korean artists participated in this exhibition, and there was the girl bronze statue. However, the exhibition was protested, stopped for the first time in three days, and resumed dramatically after the discussion. The restarted exhibition was limited to those who had made a reservation one week ago. In this study, this article takes the current situation into consideration in which the girl bronze statue with a new definition appearing instead of a traditional goddess statue of justice. And the girl bronze statue was not only a work of art, but also tried to express the point of being a goddess statue of justice which mobilizes allegory of justice. As an art work, the allegory of justice displayed in this statue raises the feeling of participating in justice. This purification of justice depends on the possibility that reciprocal exchange of emotions through art works can lead to love.

2디지털 시대의 정보인권과 법

저자 : 李知恩 ( Lee Jieun )

발행기관 : 아세아여성법학회 간행물 : 아세아여성법학 22권 0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19-70 (5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The traditional concept of human right under the technological development and internet have been challenged under digital age. This study will focus on reviewing the 2013 NHRC's special report on information human rights and 2019 NGO report on the Rights to Privacy in Korea.

3임대차에 있어서 다수당사자의 채권관계

저자 : 이은희 ( Lee Eunhee )

발행기관 : 아세아여성법학회 간행물 : 아세아여성법학 22권 0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71-102 (3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임대차계약은 임대인이 차임을 받는 대가로 임차인에게 목적물을 인도하고 일정기간 동안의 사용수익을 허여할 의무를 부담하는 쌍무계약으로서(민법 제618조), 임대인과 임차인 각자에게 여러 가지 채권과 채무를 발생시킨다. 그렇다면 임대차에 있어서 다수 당사자의 채권관계는 어떤 경우에 성립하는가? 공유물을 임대하거나 수인이 하나의 물건을 임차하는 경우에 채권의 준공유가 성립하며 이때에 다수 당사자의 채권관계가 문제된다. 이때 준공유의 법리는 수인의 채권자들 간의 내부관계를 규율하는 것이고, 민법 제408조 이하의 규정들은 채권자와 채무자의 관계를 규율한다. 임대인이나 임차인이 조합인 경우에는 채권의 준합유가 발생하는바, 이는 다수당사자의 채권관계가 아니다. 민법은 하나의 거래에 다수의 채권자나 채무자가 관여하는 경우에 분할주의를 취하여 분할채권 또는 분할채무가 발생함을 원칙으로 삼는다. 채권자나 채무자가 수인인 경우에 특별한 의사표시가 없으면 각각의 채권자나 채무자는 균등한 비율로 권리가 있고 의무를 부담한다(민법 제408조). 그런데 임대차계약에 관하여는 공동임차인의 연대채무가 발생하도록 하는 법률규정(민법 제654조, 제616조)이 있다. 하지만 이 조문은 공동임차인의 채무에만 인정되기 때문에, 공동임차인의 채권, 공동임대인의 채권과 채무에는 적용되지 않는다. 그런데 임대인의 채무 대부분―사용수익허여의무, 인도의무, 유지의무, 담보책임, 보증금반환채무―과 임차인의 채무 대부분―선관주의의무, 용법준수의무, 목적물반환의무, 원상회복의무―은 불가분채무이다. 이 가운데 공동임대인의 보증금반환채무는 불가분채무인 이유는 담보물권의 불가분성 때문이다. 공동임대인들은 임차인이 갖는 보증금반환채권에 관하여 담보물권자의 지위에 있으며 그 담보물권을 준공유하는 관계에 있다. 나아가 공동임차인의 위 채무들은 불가분채무임과 동시에 연대채무(민법 제652조, 제611조)이다.


When two or more individuals own property,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owners is very important. The form of ownership of the property affects how property is administered. The co-owners in a tenancy in common can have different ownership interests; for example three co-owners, A, B and C, could own 5 percent, 35 percent and 60 percent of the property respectively. Now C can act soley to administer their property. When A, B and C are joint landlords, the right to rent is divided. That is, each joint landlord is entitled to be paid his share. They must respect the obligations of the lease. To properly protect their interests, many landlords require security deposits before leasing. A landlord can apply security deposit funds to outstanding debts of his tenant at the end of the lease. When a tenant moves out of the rental unit, the landlord must return the unused portion of the security deposit to the tenant. When A, B and C are joint landlords, the obligation to return it is indivisible. It means that a joint landlord must pay the defaulting landlord's share. Like landlords, joint tenants must respect the obligations of the lease. Joint tenants must pay the rent and act in a reasonable way in using the thing. Joint tenants enter a legal relationship between themselves and with their common landlord. According to the articles 654 and 611 of the Korean Civil Code, they are presumed to be of solidary obligation. They must be prepared to face potential difficulties if one of them does not fulfill his obligations. A joint tenant wishing to avoid eviction, must pay the defaulting tenant's share. He can file a claim against the tenant who is at fault.

4DV被害者支援の実質化に向けた一考察

저자 : 松村歌子 ( Matsumura Utako )

발행기관 : 아세아여성법학회 간행물 : 아세아여성법학 22권 0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103-122 (2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日本のDV防止法は、「配偶者の暴力の防止」と「被害者の保護」を中心とする法であり、DV施策も、被害者が加害者の元から離れることを前提とした安全確保及び自立支援にかかる対策が中心となっている。そのため保護命令の種類·内容·期間の点や、加害者への対応が不十分といった課題もある。
女性に対する暴力への取組みを強化するために、内閣府男女共同参画局は、「女性の活躍加速のための重点方針2019」において、安全·安心な暮らしの実現を掲げ、民間シェルター等における被害者支援のための取組促進、DV対応と児童虐待対等との連携強化、加害者更生プログラムを含む包括的な被害者支援体制の構築、ワンストップ支援センターの運営の安定化及び質の向上、セクハラ根絶に向けた対策の促進、若年妊婦等への相談支援、養育費の履行確保に向けた取組みなどを挙げている。
被害者が暴力から逃れて自分らしく生き、被害から回復し、自立するために重要なことは、今後の生活の基盤の確保と加害者から更なる暴力を受けないという保証である。より一層充実した被害者支援の施策のためには、被害者の生命·身体の安全を確保した上で、被害者の自己決定を尊重し、被害者のニーズに合わせた支援を提供する必要がある。これからのDV施策は、これまでの「逃げる」支援が中心の施策から、「逃げなくて済む」支援にしていく必要があり、被害者の生命·身体の安全を最優先にし、被害者のニーズに合わせて、中長期的な「切れ目のない支援」をしていくことが求められている。DVは関係性の中で起こる暴力である。被害者の安全を最優先し、関係性が完全にこじれる前、重大な事件化する前に、早期対応し、暴力の連鎖を断ち切る政策に転換していく必要がある。被害者支援と同時に、加害者への働きかけもしなければ、抜本的なDVの根絶や問題解決に繋がらないのであり、加害者に対してもソーシャルワーク的な働きかけが必要である。危険度や緊急度、被害者の置かれた状況を適切にアセスメントし、ケース全体を適切にマネジメントし、すなわちソーシャルワーク機能を担う者が他職種連携の要となるのであり、被害者のニーズに応じた支援を提供できるように、支援のメニューは豊富であることが望ましい。
本稿では、日本のDV施策の課題について触れた上で、被害者支援の流れにおいて、支援者に求められる専門性、そして、DV被害者の支援を実質化するために必要なソーシャルワーク機能について検討する。


DV Prevention Act in Japan is the law on the prevention of spousal violence and the protection of the victims. So, the central part of DV Policy in Japan is to ensure the safety of the victims and independence support. Therefore, there is the problem that the correspondence of the batterers is insufficient and the period and contents, a sort of the protection order is insufficient. The Cabinet Office advocates the realization of a safe and reliable life in “important point policy 2019 for activity acceleration of the women” to strengthen an action to prevent the violence for the woman. The Cabinet Office raise the policy that (1) action promotion for victim support in private shelters, (2) cooperation with the child abuse correspondence, (3) construction of the comprehensive victim support system including the batterer program, (4) stabilization of the administration of the One Stop Center and improvement of the quality of support, (5) promotion of measures to exterminate the sexual harassment, (6) consultation support to young pregnant women, (7) action for the securing of implementation of the expense of bringing up children, and so on.
It is important for the victim to escape from the violence safely and recover from the damage, and become independent economically and psychologically. And it is important for the victim to secure the base of the future life and a guarantee to prevent further violence from spouse. It is necessary to provide the sufficient support, after guarantee the physical safety of victims, to pay high regard to the victim's self-determination, to provide the support that the victims want. It is necessary to change the policy of victim support, from “escape” to “not need to escape”. DV is occurred in the relationship of the couple. Put the top priority to secure the victim's safety, before becoming the serious case, it is necessary to correspondence to the early stage and to change the policy to cut the chain of violence. If there is no correspondence to the batterer, it does not lead to the extermination and a solution to the problem of DV. It is necessary to support with social work for the batterer. The key person who carries a social work function cooperates with other occupation to support victims, and who check the risk assessment of the case and manage the whole case appropriately. It is desirable for the victims to have a choice to select the support.
In this article, I consider about the problem of the DV policy in Japan, and what is the specialty of supporter in the flow of victim support, and what is the social work function that it is necessary to substantive the victim support.

5日本における性犯罪·性暴力被害者のためのワンストップ支援センターの仕組みと課題

저자 : 山本千晶 ( Yamamoto Chiaki )

발행기관 : 아세아여성법학회 간행물 : 아세아여성법학 22권 0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123-132 (1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日本では、2018年10月に、47都道府県に最低1か所、性犯罪·性暴力被害者のためのワンストップ支援センターが開設した。本稿では、日本におけるワンストップ支援センターの仕組みと現状を概観したのち、課題を指摘する。今後の課題としては、①ワンストップ支援センター設置にあたり、法的な根拠がないことから、都道府県によって支援の対象や範囲が異なっていたり、支援の質の統一がなされていないこと、②「性暴力」の定義があいまいであり、誰が支援の対象となるかは都道府県や担当者の判断に任されていること、③家庭において性虐待やDVなど複合的な問題があることで、多機関との連携による支援が必要となる。


In October, 2018, one-stop-center for victims of sexual assault established at least one place 47 prefectures in Japan. This paper begins with summary of one-stop-center in Japan. Next, the paper analyzes the issues of one-stop-centers, wherein the author points out three issues. First, one-stop-center have their legal foundation nowhere, therefore unification of the quality of the support is not accomplished. Relating to this issue, there is no clear definition for the concept of “sexual assault.” Lastly, one-stop-centers need to cooperate and collaborate with related organizations.

6性暴力被害の実態とその援助

저자 : 宮園久栄 ( Miyazono Hisae )

발행기관 : 아세아여성법학회 간행물 : 아세아여성법학 22권 0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133-146 (1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本稿は、報告者らが実施した、全国の婦人相談員を対象に行ったアンケート調査の結果をもとに、婦人相談員が扱った性暴力被害者に着目し、これまで潜在化してきた性暴力被害について、現状の一側面を示すと共に、そこから見えてくる性暴力被害者のニーズをもとに、被害者支援の拡充をも視野に入れた性暴力対策の提言を行うものである。特に、この報告では、構造的に潜在化しやすい配偶者間の性暴力被害に焦点をあてた。それらの結果から、(1) 配偶者間における強制性交等罪の明文規定の設置、(2) 中長期支援及び多機関連携の拡充、(3) リプロダクテ強ブ·ヘルス/ライツによる性暴力予防に関する学校教育の必要性を提言した。


Based on the results of a questionnaire survey of women's consultants, nationwide, conducted by the authors, this paper focuses on the victims of sexual assault handled by women's consultants an aspect of the current situation concerning sexual assault heretofore was latent. It also proposes measures against sexual assault with a view to expanding support for victims based on their needs that have emerged from the current state of the crime. In particular, it focuses on sexual assault between spouses, which is structurally more prone to remain hidden. Based on these findings, this paper proposes (1) the establishment of clearly stated, specific provisions for the crime of forced sexual intercourse between spouses, (2) expansion of mid- and long-term support and multiagency collaboration, and (3) the necessity of school education on prevention of sexual violence through reproductive health and right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키워드 보기
초록보기

8사회와 경제의 디지털 변환 ―인권 관점에서의 윤리적 성찰―

저자 : PeterG.Kirchschlaeger , 宋侖珍

발행기관 : 아세아여성법학회 간행물 : 아세아여성법학 22권 0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152-181 (3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인공지능의 사용과 함께, 사회와 경제의 디지털화, 로봇화, 자동화는 윤리적 관점에서 기회이자 도전이다. 가령, 의료 분야에서 장애인들에게 로봇을 활용한 지원은 그들이 자율적인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해 준다. 이와 동시에 디지털 변환은 무엇보다도 유급 일자리의 상당한 손실로도 이어질 것이다. 사람들이 더 효율적이고 더 효과적인 가치 창출 과정에서 점차 경제적으로나 사회적으로 직접적으로 연관되는 일이 줄어들 것이기 때문에, 유급 노동 시장의 축소는 빈부 격차를 더 확대하게 될 것이다. 이 글에서는 첫째, 디지털 변환 및 인공지능의 사용을 윤리적으로 평가하는 데 기 초가 되는 윤리적 원칙들을 소개한다. 둘째, 이러한 기술 기반 발전을 윤리적 관점에서 분석하고 이러한 발전이 야기하는 기회와 도전들을 논의할 것이다. 셋째, 특히 도전과 관련하여 윤리적인 관점에서 구체적인 해결책들을 모색해 볼 것이다.

1
권호별 보기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 | | |
1연안해역에서 석유오염물질의 세균학적 분해에 관한 연구

(2006)홍길동 외 1명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해당 간행물 관심 구독기관

경동대학교 고려대학교 서울대학교 한림대학교 부산대학교
 489
 12
 8
 6
 4
  • 1 경동대학교 (489건)
  • 2 고려대학교 (12건)
  • 3 서울대학교 (8건)
  • 4 한림대학교 (6건)
  • 5 부산대학교 (4건)
  • 6 한국지방행정연구원 (3건)
  • 7 대구가톨릭대학교 (2건)
  • 8 성균관대학교 (2건)
  • 9 동의대학교 (2건)
  • 10 조선대학교 (1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