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한국금융법학회> 금융법연구

금융법연구 update

Korea Financial Law Association

  • : 한국금융법학회
  • : 사회과학분야  >  법학
  • : KCI등재
  • :
  • : 연속간행물
  • : 연3회
  • : 1738-3706
  • :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1권1호(2004)~16권1호(2019) |수록논문 수 : 333
금융법연구
16권1호(2019년 04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지역화폐 발행에 따른 법적 문제

저자 : 이성남 ( Lee Sung Nam ) , 박철우 ( Park Cheol Woo )

발행기관 : 한국금융법학회 간행물 : 금융법연구 16권 1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3-53 (5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고에서는 국내외에서 발행된 주요 지역화폐의 연혁, 거래구조와 운영성과 등을 정리한 후 지역화폐의 법적 성격, 내부 법률관계, 중앙은행의 독점적 화폐발행권한과의 관계, 그 밖에 다른 법률들과의 관계 등을 살펴보았다.
본고의 주요 주장 내용은 다음과 같다.
우선 지역화폐의 발행 근거와 관련하여 지방자치단체가 지역화폐를 전자형태로 발행하는 경우에는「전자금융거래법」에는 이를 허용하는 규정이 없기 때문에, 법률에 새로운 근거를 마련하거나 전자금융업자와의 제휴를 통해서 발행하여야 한다.
그리고 지방자치단체의 지역화폐의 발행은 자치사무로 보고 조례로 규율할 수도 있겠으나 화폐수용성과 실질적 영향력 면에서 법정통화에 준하는 경우도 있을 수 있어 법률로 근거를 마련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또한 지역화폐의 발행을 규제대상으로 접근할 것이 아니라 지원대상으로 접근하여 지역화폐 활성화를 위한 법률을 제정할 필요가 있다.
지역화폐의 법적 성질은 유가증권, 채권채무증서, 선불전자지급수단으로서의 성질이 인정되고 지역화폐 참가자들의 내부 법률관계는 기본적으로 대물변제계약 관계로 이해된다.
중앙은행의 독점적 화폐발행권한 침해 여부는 화폐수용성, 화폐 디자인과 단위의 명칭 등에 의한 외양의 유사성 등이 주요 판단요소가 될 것이나, 발행규모가 미미한 경우 화폐유통 질서나 법정화폐의 신뢰성을 저해할 가능성은 낮을 것으로 생각한다.
그리고 지역화폐가 '화폐'라는 용어를 사용한다 하더라도 「한국은행법」제47조에 저촉되지는 않는 것으로 판단된다. 「형법」과 관련해서는 통화유사물제조등죄(제211조), 유가증권위조변조죄(제214조), 특히 컴퓨터기장형 지역화폐는 전자기록위작ㆍ변작죄(제232조의2, 제227조의2) 등의 성립이 문제될 수 있다.
마지막으로 본고에서는 노동법, 조세법, 외국환거래법, 사회보장법 등의 영역에서 지역화폐와 관련된 규정들을 살펴보았다. 아울러 지역화폐로 지방세나 공공요금 납부를 허용하는 방안, 비과세 방안, 블록체인 기술 활용 필요성 등을 제시하였다.


After reviewing the history, transaction structure, and operational performance of the major local currencies issued home and abroad, this paper examined the legal nature of local currencies, legal relationships among the participants to local currencies, and relationships with the exclusive right to issue currency of the central bank, including relationships with other laws, etc.
This paper suggested its main view as follows:
First of all, regarding the legal basis of issuing local currencies, when a local government issues local currencies in electronic form, as there is no provision that allows the local government to issue e-money in the Electronic Financial Transaction Law, the local government should issue on a newly established legal basis, or in a partnership with an electronic financial business entity.
In addition, with regard to issuing local currencies of a local government, it can be regulated by municipal ordinances from the point of view that it is a kind of autonomous affairs, but it is preferable to stipulate related provisions in the law, as there can be instances where a local currency comes close to the legal tender in the aspect of acceptance as payment for goods or services and substantial effects.
Furthermore, it is needed to enact a law to promote using local currencies on the thought that issuing local currencies is to be the subject to support, not to control.
It is recognized that the legal nature of local currency has the features of a negotiable security, certificate of indebtedness, and electronic prepayment means. It is also understood that legal relationships among the participants to local currencies is basically the contractual relationships of accord and satisfaction.
In determining whether the exclusive right to issue currency is being usurped or not, acceptance as a money, and similarity of appearance known by the currency design, the name of the monetary unit, etc. will be the key judgement factor. Meanwhile, if it's issuance volume is insignificant, the authors think that a local currency is unlikely to impede the order of currency circulation, or credibility of legal tender.
Although a local currency use the term of 'currency' in it's name, the authors acknowledge that it will not fall under the ban of the article 47 of the Bank of Korea Act. In regards to the Criminal Law, Crimes of manufacture of articles similar to currency (Article 211), Crimes of counterfeiting or altering negotiable securities (Article 214), and especially issuing local currencies within the computer based booking type, Crimes of falsification or alteration of electromagnetic records (Article 232-2, 227-2) can be matters to debate.
Finally, this paper reviewed the provisions related to local currencies in the fields of labor law, tax law, foreign exchange transactions act, social security act. Additionally, this paper suggested measure of permitting paying local taxes or utility bills with local currencies, measure of non taxation besides necessity of utilizing Blockchain technology.

KCI등재

2은행신탁상품의 운용리스크 관리와 투자자보호방안

저자 : 윤종미 ( Yoon Jong Mi )

발행기관 : 한국금융법학회 간행물 : 금융법연구 16권 1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55-83 (2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최근 은행권에서는 다양한 신탁상품을 본격적으로 출시함과 동시에 수요가 점증적으로 늘어남에 따라 신탁 영업이 수익원으로써의 역할을 톡톡히 함으로써 새로운 전기를 맞고 있다. 이러한 이면에는 은행의 불완전 판매로 인한 투자자 손실 가능성이 항상 내포되어 있고 이로 인한 은행의 평판 리스크가 불거질 가능성이 매우 높아지고 있다.
국내은행들이 신탁업을 성공적으로 영위해 나가기 위해서는 운용리스크 최소화를 위한 체계적인 대처방안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완전한 리스크의 관리는 전략적인 경영관리와 더불어 새로운 수익창출의 기회를 획득할 수 있는 기회이기도 하기 때문이다. 효율적인 리스크 관리 및 투자자보호방안으로 첫째, 신탁운용의 관리감독을 담당하고 있는 여러 기관에 대하여 관리책임을 지게함과 동시에 서로에게 연대책임을 명확하게 규정하여 관리부재로 인한 리스크를 사전에 차단하거나 최소화 하여야 한다. 둘째, 은행에서 불완전 판매를 하거나 불법행위를 할 경우 금융감독기관에서 자율조치를 내리는 것으로 그치고 있는 실정인데, 이는 투자자보호에 심각한 문제의 소지가 있으므로 금융감독기관에서 더욱 강력한 제재를 할 필요가 있다. 셋째, 리스크 관리를 위한 내부통제시스템 활용과 전문인력 확보의 필요성이다. 넷째, 민원관리시스템을 통한 투자자 보호, 적합성의 원칙의 준수와 책임의 명확화, 투자권 유단계에서의 설명의무의 강화 등 투자자보호의 선진화 방안의 적극적 활용이다. 신탁업 영위와 관련하여 이러한 방안을 효율적으로 수용한다면 신탁상품에 대한 투자자의 신뢰가 회복될 수 있는 계기로 작용할 것이다.


In recent years, banks have launched a variety of trust products, closely followed by a gradual increase in demand, and the bank sector is facing a new turning point, with trust business playing a prominent role as a revenue source. On the flip side of this trend, there is a constant risk of loss for investors due to banks' mis selling of trust products, which increases banks' risk of reputation loss. In order for Korean banks to successfully operate trust business, it is indispensable to establish systematic strategies for minimizing the operational risk. Establishing full risk management is a new revenue creation opportunity as well as a support for strategic operational management. Effective risk management and investor protection can be ensured by the following.
First, risks arising from insufficient management should be prevented or minimized by imposing management responsibilities on all institutions engaged in trust business and clearly stipulating joint responsibilities among them. Second, banks' mis selling or illegal activities should be regulated by the financial supervisory authorities in a more rigorous manner instead of the current practice of imposing autonomous measures, which poses a serious problem to investor protection. Third, there is a need to utilize internal control system for risk management and to secure professional human resources. Fourth, active use should be made of advanced investor protection instruments, such as public complaints service, principle of suitability, prudent investor rule, and duty to explain at the investment recommendation stage. Efficient of these strategies with regard to the operation of trust business will restoring investor confidence in trust products.

KCI등재

3Contents of the Bank of Korea's Monetary Policy Instruments and Suggestions for Improvement

저자 : Rho Chul Woo

발행기관 : 한국금융법학회 간행물 : 금융법연구 16권 1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85-106 (2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통화정책이란 한 나라에서 화폐의 독점적 발행권을 지닌 중앙은행이 경제 내에 유통되는 화폐의 양이나 가격(금리)에 영향을 미치고 이를 통해 화폐의 가치, 즉 물가를 안정시키고 지속가능한 경제성장을 이루어 나가려는 일련의 정책을 말한다. 한국은행법 제1조 제1항은 “한국은행을 설립하고 효율적인 통화신용정책의 수립과 집행을 통하여 물가안정을 도모함으로써 국민경제의 건전한 발전에 이바지함”을 동법의 목적으로 규정하고 있다. 따라서 한국은행의 통화정책이 추구하는 최우선 목표는 물가를 안정시키는 일이다.
한국은행이 채택하고 있는 통화정책 운영체제는 통화량 등의 중간목표를 두지 않고 정책의 최종 목표인 '물가상승률' 자체를 목표로 설정하고 중기적 시계에서 이를 달성하려 하는 통화정책 운영방식이다. 한국은행은 한국은행법 제6조 제1항에 따라 정부와 협의하여 물가 안정목표를 설정하고 있는데, 2019년 이후 물가안정목표는 소비자물가 상승률 기준 2%이다.
한국은행 기준금리는 한국은행이 금융기관과 환매조건부증권(RP) 매매, 자금조정 예금 및 대출 등의 거래를 할 때 기준이 되는 정책금리로서 간단히 '기준금리'(base rate)라고도 한다.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는 물가 동향, 국내외 경제 상황, 금융시장 여건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연 8회 기준금리를 결정하고 있다. 이렇게 결정된 기준금리는 초단기금리인 콜금리에 즉시 영향을 미치고, 장단기 시장금리, 예금 및 대출 금리 등의 변동으로 이어져 궁극적으로는 실물경제 활동에 영향을 미치게 된다.
한국은행의 통화정책수단은 공개시장운영, 여ㆍ수신제도, 지급준비제도 등이다. 공개시장운영이란 한국은행이 금융시장에서 금융기관을 상대로 국채 등 증권을 사고팔아 시중에 유통되는 화폐의 양이나 금리 수준에 영향을 미치려는 가장 대표적인 통화정책 수단이다. 먼저 한국은행은 공개시장운영을 통해 금융기관 사이의 일시적인 자금과부족을 조정하는 콜시장의 초단기금리(콜금리)가 '한국은행 기준금리' 수준에서 크게 벗어나지 않도록 유도하고 있다. 이와 함께 한국은행은 금융불안 시 공개시장운영을 활용하여 시중에 유동성을 확대 공급하는 등 금융시장 안정을 도모하는 기능도 수행하는데, 공개시장운영은 증권매매, 통화안정증권 발행·환매, 통화안정계정 예수 등 세 가지 형태로 이루어진다.
중앙은행의 여ㆍ수신제도는 중앙은행이 개별 금융기관을 상대로 대출을 해 주거나 예금을 받는 정책수단이다. 현재 한국은행이 상시적으로 운용하고 있는 대출제도에는 ① 금융기관의 자금수급 과정에서 발생한 부족자금을 지원하는 '자금조정대출', ② 금융기관의 중소기업 등에 대한 금융중개기능에 필요한 자금을 지원하는 '금융중개지원대출', ③ 금융기관의 일중지급·결제에 필요한 일시적인 부족자금을 당일 결제마감시까지 지원하는 '일중당좌대출' 등이 있다. 이밖에도 한국은행은 자금조달 및 운용 불균형 등으로 유동성이 악화된 금융기관에 대한 긴급여신을 할 수 있으며, 금융기관으로부터의 자금조달에 중대한 애로가 발생하거나 발생할 가능성이 높은 경우 금융기관이 아닌 영리기업에 대하여도 특별대출을 실행할 수 있다. 한편 한국은행은 금융기관이 자금수급 과정에서 발생한 여유자금을 예치할 수 있는 “자금조정예금” 제도를 운용하고 있다.
지급준비제도란 금융기관으로 하여금 지급준비금 적립대상 채무의 일정비율(지급준비율)에 해당하는 금액을 중앙은행에 지급준비금으로 예치하도록 의무화하는 제도이다. 중앙은행은 지급준비율을 조정하여 금융기관의 자금사정을 변화시킴으로써 시중 유동성을 조절하고 금융안정을 도모할 수 있다. 현재 우리나라의 지급준비제도 적용대상 금융기관에는 일반은행 및 특수은행이 있는바, 이들 금융기관은 예금종류에 따라 현재 0~7%로 차등화되어 있는 지급준비율에 해당하는 금액을 지급준비금으로 보유하여야 한다.
한국은행법 제64조는 금융기관에 대한 여신을 은행금융기관으로 한정하고 담보증권 및 대출기간에 제한을 두고 있으나, 금융위기 시에는 이러한 제한들을 완화할 필요가 있다. 한국 은행법 제65조에 따른 금융기관에 대한 긴급여신도 은행금융기관으로 제한하고 있으나, 금융위기 때에는 일시적으로 대상금융기관을 확대할 필요가 있다. 한국은행법 제68조에 금융 통화위원회가 정한 유기증권도 공개시장운영 대상이 될 수 있으나 현재 이를 제한적으로 운영하고 있는바, 미국의 경우처럼 금융위기 시에는 공개시장운영 대상증권을 확대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본다. 한국은행법 제103조에 따라 한국은행은 직접 또는 간접을 불문하고 영리행위를 하거나 영리기업의 소유 또는 운영에 참여할 수 없도록 규정하고 있는바, 비영리 기업에 대한 출연이 가능한지 불분명하다. 효율적인 통화신용정책의 수행에 필요한 경우에는 금융산업에 속하는 기업과 금융관련 비영리기업에 출연할 수 있는 근거를 마련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본다.

KCI등재

4규제가치 최적화를 위한 금융규제 체계의 구성과 정책적 시사점

저자 : 김자봉 ( Jabonn Kim )

발행기관 : 한국금융법학회 간행물 : 금융법연구 16권 1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107-146 (4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금융규제는 '법의 제정-행위주체의 행위-법의 집행'을 구성요소로 하며, 산업적 가치(industry value), 규제적 가치(regulatory value), 공적 가치(public value) 등 세 가지 가치를 추구한다. 산업적 가치는 금융발전의 초기 단계에서 상대적으로 중요하며, 금융발전의 단계가 높아질수록 규제적 가치, 그리고 공적 가치가 더 중시된다. 규제의 세 가지 가치는 각각 특정하게 법의 형식을 선호하며, 각 가치에 적합한 규제기구를 특정하게 분화할 수 있다. 규제의 세 가지 가치를 효과적으로 실현하기 위해서는 각 가치에 부합하는 인프라가 필요하다. 영, 미의 경험에 의하면, 산업적 가치의 추구를 위한 주요 인프라는 규정(rules), 규제적 가치의 추구를 위한 인프라는 행정법판사(SEC ALJ)와 규제결정위원회(FCA RDC), 그리고 공적 가치의 추구를 위한 인프라는 사후적 민사제재(ex post civil penalty) 등이다. 법의 형식과 집행은 임의적이고 배타적인 선택의 대상이 아니라 규제의 가치를 최적으로 실현하는 수단으로서 결정되어야 하며, 조건에 따라 법의 두 형식은 대체적 혹은 보완적 관계를 이룬다. 이러한 최적화는 법의 제정-행위주체의 행위-법의 집행을 포괄적으로 체계화하는 데 기여할 수 있다. 규제의 세 가지 가치를 최적화하기 위해 현실 규제를 보완하고자 한다면, '법의 제정-행위주체의 행위-법의 집행'체계에 대한 실증적 평가를 통해 규제개선 과제를 도출하는 것이 필요하다.


Financial regulation pursues the three values: industry value for sustainable growth of finance, regulatory value for consistent and stable market, and public value for the integrity, transparency and investors protection. Regulation is a systematic action for the sound growth of financial industry. Each of the three value of regulation has a preference over legal forms of law, and may require a specific missionary regulatory organization. Also, the three values under principle-based regulation may require each of its regulatory infrastructure. According to the experiences of the FCA and SEC, industry value needs rules as the infra, regulatory values needs administrative law judge (ALJ) or regulatory decision committee (RDC), and public value needs ex post civil penalties scheme. The form of law should not be determined ad hoc exclusively, but it should be as optimal decision making for the best achievement of the three values of regulation, in which the two forms of law may be substitutional or complementary dependent on realistic conditions and circumstances. The optimal decision may best construct the process of 'the promulgation of law - the actions by market participants - the enforcement of law (P-A-E framework).'In order to improve an actual regulatory framework, an empirical study over the P-A-E framework will be useful because it may draw a full of comprehensive views for the improvements.

KCI등재

5암호화폐의 법적 성격과 규제개선 방안 - 민법상 물건, 금전, 자본시장법상 증권인지 여부 검토

저자 : 전우정 ( Woo-jung Jon )

발행기관 : 한국금융법학회 간행물 : 금융법연구 16권 1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147-199 (5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논문은 암호화폐의 법적 성격에 대하여, 물건인지, 금전인지, 증권인지 분석한 논문이다. 그리고 정부 관계기관의 암호화폐에 대한 방침 및 최근 암호화폐 관련 하급심 판례들을 분석해 보고, 국회에 상정되어 있는 법률안에서 암호화폐의 정의 조항을 비교해 보았다.
비트코인이 몰수의 대상이 된다는 대법원 2018. 5. 30. 선고 2018도3619 판결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재산적 가치가 있는 무형의 재산이다. 암호화폐는 관리가능성과 배타적 지배가능성이 인정되므로, 민법 제98조의 물건에 해당한다. 그리고 부동산이 아니므로, 민법 제99조 제2항에 따르면 동산이다. 암호화폐는 한국은행법상의 법정 화폐는 아니다. 암호화폐는 재화 교환의 매개물에는 해당하나 가치를 측정하는 일반적 기준이 되기는 어렵기 때문에 민사법상 금전이라고 할 수 없다. 암호화폐는 자본 시장법상 증권에 해당되지 않는다.
최근 판례에는 경제적 가치가 없고 전산상 수치에 불과하여 시중에서 사용이 불가능한 암호화폐를 “가짜 가상화폐”라고 표현한 것이 다수 있다. 가짜 가상화폐를 경제적 가치가 있는 것으로 기망하여 판매하면 사기죄가 성립하고, 다단계 조직을 이용하여 가짜 가상화폐를 판매하면 방문판매 등에 관한 법률 위반죄가 성립한다. 실제로는 상품의 거래 없이 투자금 명목으로 금원의 수입만 있는 경우에 유사수신행위의 규제에 관한 법률 위반죄가 성립한다. 이렇게 암호화폐를 이용한 사기죄 등에 대한 형사처벌은 강화하되, 국내 ICO는 허용해 주는 것이 바람직할 것으로 판단된다.
암호화폐에 대한 규제를 투명화하고 법적 안정성과 예측가능성을 부여하기 위하여, 암호 화폐 정의 조항을 신설하여, 암호화폐의 법적 성격 및 범위를 명확하게 규정하는 것이 필요하다. 암호화폐의 개념정의로는, ① 교환의 매개수단 또는 가치의 저장수단으로 사용, ② 분산원장 기술을 사용하여 전자적 방법으로 기록·활용, ③ 전자금융거래법상 전자화폐 및 선불전자지급수단 제외의 세 가지 요소가 들어가야 할 것이다.


This article examines the legal nature of cryptocurrency, whether it is a movable asset, money or securities, and analyzed the policies of the Korean governments and its relevant regulatory authorities on cryptocurrency and recent lower Korean Courts' decisions regarding cryptocurrency, and furthermore compares the definition provisions of cryptocurrency in bills proposed by law makers of the Korean National Assembly.
The Supreme Court Judgment on 30 May 2018 No. 2018Do3619 states that bitcoin is subject to confiscation on the basis that bitcoin is an intangible asset with property value. Cyptocurrency is considered to be a thing according to Article 98 of the Korean Civil Code because it holds the characteristics of manageability and exclusive possession. According to Article 99(2) of the Korean Civil Act, cyptocurrency is a movable asset since it is not a real estate. Cryptocurrency is not a legal tender under the Bank of Korea Act. Cryptocurrency is not money under the civil law because it could hardly be the criteria for measuring value although it is a medium of goods exchange. Cryptocurrency is not securities under the Korean Financial Investment Services and Capital Markets Act.
In recent court cases, the cryptocurrency, which has no economic value and is only computational figure and cannot be used in the markets, is mentioned as “fake cryptocurrency” by the Korean Courts. If one sells “fake cryptocurrency” persuading that it has hugh economic value, it constitutes fraud. If one sells “fake cryptocurrency” using the multi-level marketing sales, it constitutes the breach of the 'Act on Door-to-Door Sales, etc.' If there is only receiving of money in the name of investment without actually selling a product, it constitutes the breach of the 'Act on the Regulation of Conducting Fund-raising Business Without Permission'. It would be desirable to allow initial coin offerings (ICOs) in Korea, while strengthening criminal punishment for fraud, etc. using cryptocurrency by the courts.
In order to make the regulation of cryptocurrency transparent and to provide legal stability and predictability, it is necessary for Korea to establish a provision on the definition of cryptocurrency to clearly define the legal nature and the scope of cryptocurrency.
The definition of cryptography is required to include the following three conditions: ① being used as an intermediary means of exchange or as a means of storing value, ② recording and using in electronic form with the application of distributed ledger technology, ③ excluding electronic currency and prepayment means under the Korean Electronic Financial Transactions Act.

KCI등재

62018년 상법 보험편 판례의 동향과 그 연구

저자 : 장덕조 ( Jang Deok Jo )

발행기관 : 한국금융법학회 간행물 : 금융법연구 16권 1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201-238 (3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It is a meaningful task to review and analyze the implications of the insurance-related decisions in 2018. This is the conclusion of this article.
First, it is confirmed that the insurer has a 'protection obligation' in the insurance transaction. In case of breach of the insurance contract, it is recognized that the liability of illegal act is established. It is significant that the insurer should explain through such means as using appropriate additional materials such as product manuals if it is not within insurance policy.
Second, if the insurance contract is nullified or canceled in an insurance contract for a third party, the ruling is that the insurer can exercise the right to claim for unfair advantage against the insurance money paid to the beneficiary. However, it is not reasonable to regard the legal nature as a type of contract for a third party under the civil law.
Third, changes in the status of policyholders in life insurance contracts may affect the interests of insured persons, insurance beneficiaries, or the maintenance of insurance contracts. Therefore, the conditions requiring the acceptance of insurer is considered valid.
Fourth, if the value added tax on the attorney fee paid by the insured person can be deducted from the sales tax or refunded, the holding that it can not be included in the defensive cost is reasonable and justified as precedent.
Fifth, it is the time when the insured person can exercise the right to claim the insured money in the liability insurance, and at that point, the holding that the liability of the insured person for damages is finalized is a judgment verifying the past position. In addition, the court ruled that the definition of protection-type insurance and the interpretation of the concept of "stop" in the automobile insurance policy are justified, and both decisions are meaningful.

1
권호별 보기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 | | |
1연안해역에서 석유오염물질의 세균학적 분해에 관한 연구

(2006)홍길동 외 1명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해당 간행물 관심 구독기관

남산도서관 고려대학교 연세대학교 서울대학교 금융감독원
 51
 48
 45
 33
 27
  • 1 남산도서관 (51건)
  • 2 고려대학교 (48건)
  • 3 연세대학교 (45건)
  • 4 서울대학교 (33건)
  • 5 금융감독원 (27건)
  • 6 국회도서관 (25건)
  • 7 한국방송통신대학교 (24건)
  • 8 조선대학교 (22건)
  • 9 성균관대학교 (21건)
  • 10 창원대학교 (15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