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한국예술교육학회> 예술교육연구

예술교육연구 update

Korean Journal of Arts Education

  • : 한국예술교육학회
  • : 예체능분야  >  기타(예체능)
  • : KCI등재
  • :
  • : 연속간행물
  • : 계간
  • : 1738-8309
  • :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1권0호(2003)~16권4호(2018) |수록논문 수 : 393
예술교육연구
16권4호(2018년)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통합예술교육을 활용한 학교폭력예방 교육프로그램이 초등학생들의 학교폭력 인식 및 자아존중감에 미치는 영향

저자 : 정희자 ( Heeja Jung )

발행기관 : 한국예술교육학회 간행물 : 예술교육연구 16권 4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1-21 (2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의 목적은 통합예술교육을 활용한 학교폭력예방 교육프로그램이 초등학생들의 학교폭력 인식 및 자아존중감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기 위함이다. 연구자는 2017년부터 통합예술교육을 활용한 새로운 학교폭력예방 교육프로그램 개발을 시작하였다. 본 프로그램은 총 3단계로 구성되어 있으며 1단계는 사전답사 단계로 첫째, 학교별 학교폭력 유무를 파악하고 둘째, 학생들로 하여금 학교폭력 인식에 대한 토론을 학급별로 하게하며 셋째, 가해자, 피해자, 방관자의 입장이 되어 랩 가사로 표현하는 문학적 접근 과정을 갖도록 하였다. 2단계는 문제 고착화 단계로 '통합예술교육을 활용한 학교폭력예방 교육프로그램'을 실행하였는데, 이 단계에서는 미리 준비한 랩 가사를 프로그램에 적용시켜서 공연을 하고 함께 랩을 불러보고, 힙합 춤을 추는 체험의 장을 갖도록 하였다. 3단계에서는 그림, 포스터, 표어, 편지쓰기 등을 이용하여 가해자, 피해자, 방관자의 마음을 되돌아보는 시간으로 학교폭력을 어떻게 해결할 수 있는지에 대한 토론의 장을 마련하였다. 본 프로그램을 진행한 결과 첫째, '통합예술교육을 활용한 학교폭력예방 교육프로그램'은 초등학생들의 학교폭력 인식에 긍정적 변화를 가져왔다. 둘째,'통합예술교육을 활용한 학교폭력예방 교육프로그램'은 초등학생들의 자아존중감 향상에도 긍정적 영향을 준 것으로 나타났다.


The purpose of "The custom-made school-bullying prevention program using integrated arts education" is to help students to subjectively make a violence-free school culture. Instead of the current passive school-bullying prevention program, we need a new education program that helps students to solve the problem for themselves and to heal themselves. Only when this kind of education is provided, the assaulter, the sufferer and even the bystander, all together can open their minds and solve the problem, prevent the problem, and heal the old wounds. Based on this recognition, I began to develop a new school-bullying prevention program using integrated arts education from 2017. The first stage of the program is the pre-survey stage which consists of 3 steps. First, I surveyed whether there were school bullying problems at each school, second, I let the students to discuss about the perception on the school-bullying. And third, students put themselves into the stand point of the assaulter, the sufferer and the bystander and then I let them express their feelings into the rap. The second stage is the problem adhesion stage. In this stage, I implemented "The custom-made school-bullying prevention program using integrated arts education" in which the dancers and the musicians performed the play using the rap prepared in advance. Students learned the rap and the danced the hip-hop together. In the third stage, students had a moment to reflect the mind of the assaulter, the sufferer and the bystander through paintings, posters, slogans and letter-writings. And then, the students discussed about the outcomes. Finally, I implemented the follow-up survey to investigate the effects of the program. The test results show that "The custom-made school-bullying prevention program using integrated arts education" affects positively on the students' perception on the school-bullying problem and it enhances the self-esteem of the students as well.

KCI등재

2아동복지기관 문화예술교육 지원사업의 현황과 과제 - 예술강사의 자질과 역할을 중심으로 -

저자 : 조대현 ( Dae Hyun Cho ) , 윤관기 ( Gwan Ki Yun )

발행기관 : 한국예술교육학회 간행물 : 예술교육연구 16권 4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23-43 (2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2016년과 2017년 진행된 아동복지기관 문화예술교육 지원사업의 예술강사 평가결과를 토대로하여, 본 사업의 주요 변인인 예술강사의 자질과 역할에 대해 살펴보고, 이를 통해 질적 성장을 견인하기 위한 논의점을 제안하는 데 목적이 있다. 이를 위해 먼저 예술강사 제도를 포함한 아동복지기관 문화예술교육 지원사업 전반에 대한 문헌적 고찰이 이루어졌으며, 이때 사업이 갖는 교육·사회적 의미와 예술강사의 자질과 역할에 대한 연구가 진행되었다. 예술강사의 자질과 역할에 대한 연구는 예술강사들의 자기평가 결과에 대한 분석을 중심으로 이루어졌다. 이를 통해 나타난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정량적 평가로 이루어진 교육활동 전반에 대한 예술강사들의 자기평가 결과는 매우 긍정적(M=4.31)으로 나타났다. 둘째, 문화예술교육의 목적에 대한 예술강사들의 개념적 이해는 비교적 높은 것으로 보이나, 실제에서의 적용은 많이 미흡한 것으로 평가되었다. 셋째, 실기 전공에 대한 자부심과 달리 다양한 교수방법과 접근법, 그리고 수업재료 개발의 필요성이 제기되며 체계적인 연수의 중요성이 강조되었다. 결론적으로는 문화예술교육 및 예술강사에 대한 사회적 인식 제고의 필요성이 제안되었다.


This study is based on the evaluation results of the arts teachers of the arts and culture education support project conducted by the child welfare institutions in 2016 and 2017. This study examines the qualities and roles of the arts instructors which are the main variables of the project, The purpose of this paper is to propose a discussion point for qualitative growth. For this purpose, literature review on the whole arts and culture education support project of the child welfare institution including the art instructor system was conducted. At this time, research on the educational and social meaning of the project and the qualities and roles of the arts instructor were conducted. The research on the qualities and roles of art instructors was conducted from the analysis of the results of self - evaluation by art instructors. The results are as follows. First, the results of the self - evaluation of the art teachers about the whole educational activities made by the quantitative evaluation were very positive( M=4.31). Second, although the conceptual understanding of art instructors about the purpose of arts and culture education seems to be relatively high, it is evaluated that the application in practice is insufficient. Third, the importance of systematic training was emphasized, as the need for various teaching methods and approaches with the development of teaching materials. In conclusion, it was proposed to raise awareness of arts and culture education and art instructors.

KCI등재

3예비음악교사의 숙달목표지향성과 다문화교육태도의 관계에 있어 자아존중감의 조절효과

저자 : 신혜경 ( Shin Hae-kyung ) , 테레사편 ( Pyon Teresa ) , 김수영 ( Kim Sooyoung )

발행기관 : 한국예술교육학회 간행물 : 예술교육연구 16권 4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45-59 (1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의 목적은 예비음악교사의 숙달목표지향성이 다문화교육태도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고, 자아존중감이 숙달목표지향성과 다문화교육태도의 관계에 있어서 가지는 조절효과를 검증하는 것이다. D 사범대학에 재학 중인 중등 예비음악교사 151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를 분석한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예비음악교사들의 숙달목표지향성, 자아존중감, 다문화교육태도 간에는 통계적으로 유의한 상관관계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자아존중감은 숙달목표지향성과 다문화교육태도와의 관계에서 조절효과가 있음을 보여주어, 자아존중감이 높은 예비교사일수록 숙달목표지향성이 다문화교육태도에 끼치는 영향이 크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학년별 변인 분석 결과 4학년에서만 자아존중감이 숙달목표지향성과 다문화교육태도와의 관계에서 조절효과가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나타나, 4학년 예비교사의 경우 자아존중감이 높은 집단일 경우 숙달목표지향이 높을수록 다문화교육태도가 높다는 것이 밝혀졌다. 본 결과에 근거하여 예비음악교사의 다문화교육태도를 높이기 위한 숙달목표지향성과 자아존중감 제고를 위한 예비음악교사교육에 대한 시사점을 제언하였다.


This study examined the relationship between pre-service music teachers' mastery goals and their teacher multi-cultural attitudes. Further, this study investigated the moderating effect of self-esteem on the relationship between their mastery goals and teacher multi-cultural attitudes. We administered a survey to and collected data from 151 pre-service music teachers attending D teachers' college. The results of the study indicated that college students' mastery goals, teacher multi-cultural attitudes, and self-esteem were statistically significantly associated to one another. Hierarchical regression analysis revealed that the pre-service music teachers' self-esteem moderated the relationship between their mastery goals and teacher multi-cultural attitudes. For the group with higher self-esteem, those whose mastery goals are higher are more likely to show higher teacher multi-cultural attitudes. While that is true for senior students, it is not true for first year through third year students. The current study revealed that individual dispositions such as mastery goals and self-esteem of pre-service music teachers influence teacher multi-cultural attitudes, which contributes to the research and practice of the multi-cultural education and sheds lights on educational implications for pre-service music teachers. Based on the findings of the curent study, we recommend that university administration develop teaching strategies and educational programs to enhance college students' mastery and goals and their self-esteem.

KCI등재

4영유아 교육용 콘텐츠 '핑크퐁' 동영상에 수록된 동요의 음악적 특성 분석

저자 : 양지애 ( Yang Jiae )

발행기관 : 한국예술교육학회 간행물 : 예술교육연구 16권 4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61-79 (1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의 목적은 영유아 교육용 컨텐츠 '핑크퐁' 동영상에 수록된 동요의 음악적 특성을 음악적 요소와 노랫말의 형식을 기준으로 분석한 결과를 고찰하는 것이다. 분석대상은 유튜브 웹사이트의 조회수 10,000,000회 이상인 핑크퐁 동영상에 수록된 동요 중 3회 이상 중복 수록되고, 정식 발매된 악보가 있는 20곡이다. 분석기준 중 음악적 요소는 음역, 박자, 조성, 길이 및 형식, 음정, 가락, 리듬, 비선율적 요소이고, 노랫말의 형식은 반복형, 대구형, 대화/문답형, 열거/순서형, 서술형이다. 최종 확정된 분석결과는 spss 18.0을 사용하여 기술통계 분석을 실시하였다. 분석 결과 첫째, 음악적 요소를 살펴보면 핑크퐁 동영상에 수록된 동요들은 대부분 4/4박자를 사용하였고, 다장조가 가장 많이 사용되었으나 일부 변조한 곡도 있었다. 음역은'b(낮은 시)'부터 'f'(높은 파)' 사이로 주로 8도 이내의 음역을 사용하였고, 음정에서는 온음계적 음정이 주로 사용되었으며, 가장 빈번하게 나타난 최고 음정의 도약은 3도와 5도였다. 가락의 흐름은 반복진행과 순차진행이 대부분이었고, 당김음, 부점, 셋잇단음표를 포함한 곡은 과반수 이상 이었다. 또한 대부분 벗어난 형식을 사용하였고, 대다수의 곡에 비선율적 요소인 추임새, 내레이션, 랩이 사용되었다. 둘째, 노랫말의 형식은 반복형이 가장 많이 사용되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analyze and examine the characteristics of children's songs included in 'Pinkfong' videos, educational contents for infants and toddlers, based on their elements of music and forms of lyrics. The subjects of the analysis were 20 pieces of music, which have been included repeatedly more than three times among the Pinkfong videos that recorded more than 10,000,000 views on the YouTube website and have scores officially released by Smart Study Co., Ltd.. The songs were analyzed in the form of lyrics and musical elements. Musical elements are metre, tonality, vocal range, form, interval, melody, rhythm, nonmelodious element and the form of lyrics are repetition, enumeration, question and answer, enumeration and sequence, description. The analysis is presented as descriptive statistics. The analysis on the musical elements showed that the common features included 4/4 in meter, C Major. Some of song were modulated. Overall, the vocal range was between 'b' and 'f', and most of them were within the range of 8 degrees. On the pitch, the diatonic intervals were mainly used, out of musical form were mainly used. The melodic line was mostly repetitive and sequential, and the skipped motion was below 6 degrees suitable for children. There were more than half of the songs, including syncopation, dotted notes and triplets, and unmelodic elements such as chooimsae, narration, and rap were used in the majority of songs. Second, The form of lyrics were mainly repetition.

KCI등재

52015 개정 통합 교과 '즐거운 생활' 교육과정과 음악 학습 내용 분석

저자 : 김은주 ( Kim Eun Ju )

발행기관 : 한국예술교육학회 간행물 : 예술교육연구 16권 4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81-100 (2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의 목적은 2015 개정 통합 교과 중 하나인'즐거운 생활' 교과의 교육과정을 분석하고, 즐거운 생활교과에서 다루고 있는 음악 학습 활동 내용을 고찰하여 음악 교육의 관점에서 통합 교과에 관한 이해의 폭을 넓히고자 함이다. 우선 2015 개정 통합 교과 '즐거운 생활' 교육과정의 주요 내용을 파악하기 위하여 교육과정 문서를 각 항목별로 분석하였다. 이어서 주제 중심으로 되어 있는 현행 초등학교 1~2학년의 통합 교과서의 구성 원리를 바탕으로 '즐거운 생활'에서 다루고 있는 음악 학습 활동 내용을 발췌하고 주요 특징과 시사점을 도출하였다. 이를 바탕으로 초등학교 1~2학년 학생들의 수준과 특성에 알맞은 통합 교과 교육과정을 운영함과 동시에 음악의 특성과 본질에 알맞은 기초 예술 교육의 기반이 다져질 수 있는 방향을 모색하고자 하였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analyze the composition and music learning content of “Pleasant Life”, a subject in the 2015 Revised Integrated Curriculum and thus to broaden the understanding of the integrated curriculum in terms of music education. First, an analysis was made of the integrated subject “Pleasant Life”on an item basis to grasp its main content. Subsequently, an extraction was made of the content of music activities and their main characteristics and implications on the basis of the theme-focused composition principles of the current integrated textbooks for elementary school first and second graders. Based on the results, the present study sought ways to operate the integrated curriculum suitable for the levels and features of elementary school first and second graders and to lay the groundwork for a basic art education fit for the features and essence of music.

KCI등재

6의궤 그림을 활용한 초등학교 통합형 국악 감상수업의 설계 및 적용

저자 : 박주만 ( Park Joo-man )

발행기관 : 한국예술교육학회 간행물 : 예술교육연구 16권 4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101-118 (1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의 목적은 조선시대에 왕실이나 국가의 주요 행사에 여러 가지 의례와 전모를 소상하게 기록한 문화유산인 의궤의 그림 자료를 활용하여 초등학교 통합형 국악 감상수업의 방안을 설계하고 적용하는 것이다. 이를 위해 의궤 관련 선행연구와 교육과정, 교과서 내용을 바탕으로 수업안의 학습목표 및 내용의 근거를 마련하였고, 의궤에 제시된 음악적 내용을 기초로 하여 타 교과 영역과의 통합학습의 가능성을 탐색하였다. 의궤 그림을 활용한 초등학교 통합형 국악 감상수업 설계의 실제는 총 5차시로 구성하여 개발하였고, 1차시의 중심활동은 의궤에 대하여 알아보고 문화유산으로의 가치와 특징을 알아보는 것이며, 2~3차시는 의궤 속 정재의 연희 모습을 상상하고 동영상을 통해 감상하기와 창의적인 표현 활동을 한다. 또한 4~5차시에서는 의궤 속 정재에 쓰이는 간단한 도구를 직접 만들어 모둠별로 반주음악에 맞추어 신체표현을 하고 발표하는 활동으로 구성하였다. 이렇게 설계된 학습방안은 초등학교 5학년을 대상으로 학교현장에 적용하여 수업의 유용성과 유의 미성을 살펴보았다.


This study aims to design and apply a lesson plan of an integrated Korean traditional music appreciation class for elementary school students by using Eugye Do, which is a cultural heritage that records full details of various ceremonies in major royal or national events of the Joseon Dynasty era. To this end, the learning objective and basis for the contents were prepared based on advanced research, curriculum, and textbooks related to Eugye. Based on the musical contents set out in Eugye, the study explored the possibility of integrated learning with another academic subject. Using Eugye, the integrated Korean traditional music class for elementary school students was designed as a five-hour class. The main activity of the first hour is to learn about Eugye and its value and characteristics as a cultural heritage. During the second and third hours, students imagine the court dance play that appears in Eugye, watch a related video, and participate in creative expression activities. Also, during the fourth and fifth hours, they make simple tools that are used in the court dance of Eugye and work in groups to present bodily expression to music accompaniment. The lesson plan designed in this way was applied in a classroom of 5th grade students to examine the usefulness and meaningfulness of the lesson.

KCI등재

7음악역량 함양을 위한 창의적 사고과정 기반 초등음악창작수업 사례 개발

저자 : 양소영 ( Soh-yeong Yang )

발행기관 : 한국예술교육학회 간행물 : 예술교육연구 16권 4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119-138 (2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새롭게 고시된 2015 개정 음악과 교육과정에서 언급하는 역량 중심 교육은 지식을 고정적인 것이 아닌 새로운 상황에 활용하고 적용할 수 있는 능력을 뜻하는 것으로, 학생의 자기 주도적이고 적극적 수행 과정을 강조한다. 따라서 이 연구에서는 창의적 사고과정 기반 창작 수업 모형인 <감지>, <숙련>, <구성> 단계에 따라 음악창작 수업을 계획하고 단계별로 적용해 보는 과정을 거친다. 이러한 과정을 통해 첫째, 자기 주도적 능력을 기르는 데 체계적 과정을 제시해 준다. 둘째, 학생의 적극적 참여와 친구와의 협동 등 적극적 수행 과정 및 협업을 실천할 수 있다. 셋째, 모둠별 창의적 산출물 분석을 통해 창의적 사고 과정과 발전 과정을 관찰할 수 있다. 넷째, 수업 진행 시 문제 상황에 부딪혀 잘 해결되지 않는 경우, 서로 의견 충돌이 생겨 다툼이 생길 경우 등 교사 역할의 중요성을 인식할 수 있는 계기가 된다. 음악 역량 함양을 위한 창의적 사고과정 기반 초등음악창작수업을 통해 학생의 내재된 지식을 적극적인 사고 경험과 상호작용으로 실천하고, 이러한 학생의 적극적 수행 활동 과정에 대한 중요성을 인식하여 지속적으로 학교 현장에 실현될 수 있는 방안을 다각도로 모색해야 한다.


The competency-based education mentioned in the 2015 revised music curriculum refers to ability to apply knowledge to new situations, not to just use it as it is. In such new circumstances, self-directed and active courses are emphasized. Therefore, this study plans music creation courses and apply them step by step (perception, training, composition) according to the creative thinking process- based creative creation course model for the improvement of competencies in music. During the perception stage, students learn basic music concepts through 'listen and sing along' and 'learn rhythm' and experience simple physical expressions. In the training stage, based on whey they obtained from the perception stage, students express rhythm or melody patterns in the staff or iconic scores and sing a song in a chord. Lastly, 'composition' is a creation stage. Students' creative thinking processes can be observed through diverse activities such as music making, singing and playing a musical instrument. In terms of implications acquired from the above case, students should be given an opportunity to freely express their thoughts and encouraged to take part in courses with confidence. Furthermore, teachers are required to pay attention to a type of class organization and support students' activities. To help students build creativity, in addition, all music education activities including actual acts should be applied to creation courses. Considering the importance of students' active participation for the improvement of their competencies in music, there should be continued studies on how to put it into practice.

KCI등재

8소셜플랫폼과 IT기술기반의 미술관의 역할과 관람객 체험

저자 : 구보경 ( Koo Bokyung )

발행기관 : 한국예술교육학회 간행물 : 예술교육연구 16권 4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139-154 (1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소셜플랫폼과 인터넷 기술의 발전 덕분에 소통의 시대가 열렸고, 온라인 커뮤니케이션이 일상화되면서 자신의 감정, 생각, 경험 등을 인터넷에 표현하는 것은 지극히 일반적인 일상이 되었다. 그중에서도 SNS는 쉽게 자신을 표현하는 동시에 다른 이용자들과 교류할 수 있는 대표적 플랫폼이다. 개인의 소소한 일상부터 무엇을 하고 어떤 경험을 했는지 SNS로 소통하는 방식이 보편화되었다. 이에 따라 미술관은 관람객들의 참여와 관심을 끌어내기 위해 다양한 시도를 하고 있다. 관람객들을 끌어들여 놀이와 학습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콘텐츠기반의 프로그램 및 환경을 제공하고 있다. 본 연구는 디지털 기술의 발전과 수용을 통한 미술관 환경의 변화와 함께 단순한 감상에 그치지 않고 일상의 소통방식이 미술관 관람에서도 어떻게 나타나는가를 탐색할 것이다. 이를 통해 SNS을 비롯한 모바일 기반 소통이 미술관 관람의 질적 다양성을 제공하고, 의미 있는 미술관 경험으로 완성될 수 있으며, 이에 따른 경험의 플랫폼으로서의 미술관, 더 나아가 기술수용에 따른 문화예술기관의 다양한 역할과 기능을 제시하고자 한다.


The development of social platforms and digital technology has promoted the age of the communication in our society. As online communication has become commonplace, expressing feelings, thoughts and experiences on the Internet has become an everyday routine. Among them, SNS is one of the representative platforms for expressing oneself easily and interacting with other users. The way of communicating with the SNS about what they did and what experiences they experienced from one's everyday lives became more common. As a result, the museum makes various efforts to enhance visitors' attention and interest with the use of SNS. It provides a content-based programs and museum environment that allow visitors to enjoy playing and learning at the same time. This study will explore not only a simple appreciation, but also the way of communicating to everyday life in terms of the changes for museum environment through the development, implementation and adaptations of digital technology. Through this, mobile-based communication with SNS provides various values and quality of museum visit, can be completed with meaningful museum experience, and various roles and functions of the museum are examined in terms of social platform of experience.

KCI등재

9타자를 긍정하는 글쓰기와 사진

저자 : 박지나 ( Park Jina )

발행기관 : 한국예술교육학회 간행물 : 예술교육연구 16권 4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155-171 (1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글쓰기와 사진의 교육 방향을 제시하기 위한 본 연구는 글쓰기와 사진이 어떻게 가능해지는지, 글과 사진을 어떻게 읽어야 하는지 등의 질문에서 출발한다. 이러한 물음은 글쓰기와 사진에서 규정된 의미를 분석, 해석하는 것이 아닌 결정불가능성으로 발생하는 사건에 주목하는 존재론적 질문이다. 글쓰기와 사진의 가능조건을 살펴보기 위해 '바깥'의 사유를 하는 블랑쇼의 '언어, 수동성, 이미지'에 대해, 그리고 벤야민의 '아우라'와 바르트의 '푼크툼'에 대해 논의한다. 또한 글과 사진 읽기의 (불)가능성을 이야기하기 위해 조재룡의 '시'비평에 바탕을 두어 '행간'에서 발생하는 타자와 타자로서의 푼크툼에 대해 구체적인 예시를 통해 고찰한다. 사진과 글쓰기는 의미의 틈에서 도래하는 사건으로 발생하는 것이다. 그리고 우리는 재현 불가능한 것, 의미로 설명할 수 없는 타자에 사로잡힌다. 우리는 타자에게 주의를 기울이고 말을 건네야 한다. 타자를 내 안으로 데리고 들어와야 한다. 나를 찢고 나에게 틈을 만드는 타자가 나의 기원, 나의 가능 조건이기 때문이다. 타자와 관계 맺을 때 자기동일성은 불가능해진다. 그러므로 타자를 쓰고, 읽고, 경험하는 것은 불가능성의 경험이다.


This study, which aims to give the direction of writing and photography education, starts with a question such as how writing and photography are possible, and how to read texts and photographs. This question is an ontological question that focuses on events that occur with undecidability, rather than analyze and interpret the meanings defined in writing and photography. In order to examine the possible conditions of writing and photography, we discuss the 'language, passivity, and image' of Blanche who thinks of 'Outside'. And Benjamin's 'Aura' and Barth's 'Punctum' are discussed. In order to talk about the (im)possibilities of reading writing and photography, this study examines a concrete example of punctum as the other and as the other arising from stanza based on the criticism of 'poetry' by Cho, Jaeryong. Photography and writing happen as coming event in the gap of meaning. And we are obsessed by the other that can't be reproduced and explained. We must pay attention to and talk to the other. We have to bring the other into my inside. It is because the other, who tears me and makes me a gap, is my origin and my possible condition. Self-identity becomes impossible when entering into a connection with the other. Therefore, writing, reading, and experiencing the other is an experience of impossibility.

KCI등재

10미술, 건축, 디자인 접점의 학제통합적 동시대현대미술과 전시공간: 호르헤 파르도의 미술작품을 중심으로

저자 : 고은실 ( Eunsil Joseph Kho )

발행기관 : 한국예술교육학회 간행물 : 예술교육연구 16권 4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173-186 (1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미술과 건축과 디자인의 학제통합적(interdisciplinary)이고 학과통합적(transdisciplinary)인 혼합체(hybrid)로서의 성격을 갖는 동시대현대미술작품과 전시공간을 미술비평한다. 미술과 디자인의 경계를 넘나드는 쿠바 태생의 미국 동시대현대미술작가 호르헤 파르도의 디아갤러리에서의 <프로젝트> 전시와 로스앤젤레스 현대미술관에서의 <라틴아메리카미술> 전시, 유카탄의 작가 개인의 집을 재건축하여 미술관으로 만든<호르헤 파르도: 집> 작품을 분석, 비평하고 교육적 의의에 대해 주장한다. 호르헤 파르도는 미술을 건축, 조각, 설치, 디자인, 가구가 학과통합적, 학제통합적으로 결합하고, 기능을 중시하는 디자인과 미적 문제를 중시하는 순수미술의 경계를 흐리면서, 동시대현대미술에서 건축, 디자인, 문화유산의 예술 융합적 미술전시와 공간을 논의하였다. 건축과 디자인과 접점의 현대미술은 심미와 실용주의, 이미지와 현실의 경계를 오가며 혼합체로서의 미술의 개념을 만들어낸다. 이는 미술관 전시대상, 전시공간, 현대미술에 대한 동시대 흐름을 보여주는 예이다.


This study involves the transdisciplinary, interdisciplinary, and hybrid exhibition site of contemporary art, architecture, and design displaced the collaborative work between fine art museum curators, directors, artists, designers, architect, and discussion staffs in innovative gallery designs, emerging cross over architecture, sculpture, installation, design, furniture. cross over various genres. Jorge Pardo's artwork composes quotidian, site-specificity, popularity, and theatricality. Jorge Pardo designed the installation work < Project > (2000) at the Dia Center for the Art, designed < Latin American Art: Ancient to Contemporary >(2008) for the pre-Columbian galleries at the Los Angeles County Museum of Art, and made a collaborative project the artist's house < House >(2012) as museum exhibition. The three chosen Pardo's works of art are in hybrid border and intersection among contemporary design, furniture, culture, architecture, and art museum as well as gallery practices. As a post-studio artist, he works with art community to create and implement display methods in an attempt to educate the viewer about function, form, and culture.
The consequence of Pardo's installation as a total environment is that the viewers create their own formal relationships (color, design, place, and art) with the objects and the space, foregoing the opportunity to consider the history of the objects in their own right. Jorge Pardo makes confuse the distinction between fine art, design, architecture, and domestic commodity, creating all manner of quotidian products from fixtures to furniture as sculptures, drawings, and paintings. as interrelated functional components in large-scale installations. 1) He changes the meaning of the work by changing the context in the gallery exhibition site, 2) he reinstalled the artifacts in a gallery and designed the exhibition place. The artifacts was re-installed in a gallery designed by contemporary artist, he constructed new narratives through contemporary design, and 3) he built an entire house from the ground up as both a work of art and environment beautiful and functional to live in. Pardo's design intervention using daily objects and the exhibition sites admonish the spectators to raise the value of critical awareness and Pardo challenges the distinction between works of art and ordinary household goods through the design methods.

12
권호별 보기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 | | |
1연안해역에서 석유오염물질의 세균학적 분해에 관한 연구

(2006)홍길동 외 1명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해당 간행물 관심 구독기관

이화여자대학교 전북대학교 한국교원대학교 성신여자대학교 서울대학교
 77
 70
 60
 54
 51
  • 1 이화여자대학교 (77건)
  • 2 전북대학교 (70건)
  • 3 한국교원대학교 (60건)
  • 4 성신여자대학교 (54건)
  • 5 서울대학교 (51건)
  • 6 연세대학교 (44건)
  • 7 부산대학교 (32건)
  • 8 명지대학교 (28건)
  • 9 숙명여자대학교 (23건)
  • 10 단국대학교 (21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