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한국예술교육학회> 예술교육연구

예술교육연구 update

Korean Journal of Arts Education

  • : 한국예술교육학회
  • : 예체능분야  >  기타(예체능)
  • : KCI등재
  • :
  • : 연속간행물
  • : 계간
  • : 1738-8309
  • :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1권0호(2003)~18권2호(2020) |수록논문 수 : 472
예술교육연구
18권2호(2020년 06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예술교육 전문 인력의 파트너십에 대한 인식 연구: 청소년 오케스트라 교육을 중심으로

저자 : 김현미 ( Kim Hyun-mi )

발행기관 : 한국예술교육학회 간행물 : 예술교육연구 18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18 (1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청소년 오케스트라 교육은 개별 악기교육과 달리 팀 체제로 운영되기 때문에 구성원들 간의 협력 관계 즉, 파트너십이 매우 중요하다. 특히, 교육의 실행 주체인 음악감독, 지휘자, 악기지도자, 행정담당자 등 인적 자원간의 파트너십은 청소년 오케스트라 교육의 질적 수준 향상에 직접적으로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매우 중요한 요소이다. 이러한 국면에서 이 연구는 청소년 오케스트라 교육에 참여하고 있는 전문 인력의 파트너십에 대한 인식을 살펴보고, 성공적인 파트너십을 구축해 나가기 위한 준거자료를 마련하고자 한다. 4명의 청소년 오케스트라 교육 전문 인력을 대상으로 심층인터뷰를 실시하여 자료를 수집하였다. 연구 결과, 파트너십의 실태에 대한인식으로는 파트너십에 대한 높은 관심과 수요를 보이고 있었으며, 파트너십의 필요성에 대해 절감하고 있었다. 파트너십 형성의 장애 요인으로는 파트너십 참여 기회와 여건의 부족, 소통하기 어려운 수직적인 문화, 공간 및 재정 자원의 부재로 드러났다. 성공적인 파트너십 형성을 위한 요인으로는 상호존중과 협력을 기반으로 하는 소통문화 조성, 경험과 지식 정보의 공유 네트워크 구축, 운영 및 프로그램 개발 과정에의 참여로 나타났다. 이 논문의 자료는 청소년 오케스트라 교육의 질적 성장과 파트너십 체계 구축을 위한 연구의 기초자료가 될 것이다.


Since youth orchestra education is conducted on a team basis unlike the education of individual musical instruments, collaborative relationships, i.e. partnerships, between members are very important. In particular, partnerships between the human resources who are the main subjects of youth orchestra education, including music directors, conductors, instrument leaders, and administrators, are very important factors, since they have direct effects on the quality of the education. In this regard, this study aims to investigate the perceptions of professionals involved in youth orchestra education on partnerships and develop reference materials for the establishment of successful partnerships. For this, in-depth interviews were conducted with four professional youth orchestra educators to collect data. As a result, the interviewees showed a high interest in and demand for partnerships and had been realizing the importance of partnerships. The obstacles to building partnerships included the lack of opportunities to participate in the partnership, the hierarchical culture making it difficult to communicate, and the absence of space and financial resources. The factors for building strong partnerships included creating a communication culture based on mutual respect and cooperation, establishing a network to share experiences, knowledge, and information, and participating in the operation and program development process. The results of this study are expected to serve as basic research data for the qualitative development of youth orchestra education and the establishment of a partnership system.

KCI등재

2리머의 시너지스틱 접근의 음악과 교육내용 선정에의 시사

저자 : 김경화 ( Kim Kyoung Hwa )

발행기관 : 한국예술교육학회 간행물 : 예술교육연구 18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9-35 (1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리머의 경험중심 음악교육철학을 대표하는 시너지스틱 접근은 동시대 포괄적인 음악교육의 가치를 제안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본고의 목적은 음악과 교육내용의 선정에 있어 교육철학적 토대로 작동할 수 있는 리머의 시너지스틱 접근에 대한 이해를 통해 음악과 교육과정의 교육내용 선정에 관한 몇 가지 함의를 도출하기 위함이다. 교육내용 선정 방향에 관한 세부적인 교육목표 진술 및 핵심 교육적 가치의 도출을 통해 진술해 본 음악과 교육내용 선정에 관한 함의는 '음악 및 음악적 경험의 맥락성과 보편성의 이해', '느낌의 경험을 통한 자기이해 및 타자 이해', '언어적 앎의 역할 이해', '음악의 포괄적 역할 및 가치 이해'라는 네 가지 틀 안에서 세부적으로 진술되었다. 이러한 논의는 보다 다차원적인 교육의 가치를 논의하도록 요구하는 동시대 교육 흐름 속에서 우리나라 음악교육이 어떠한 방향에 주목할 필요가 있는지에 대한 하나의 제언 역할을 할 수 있다.


The synergistic approach representing Bennett Reimer's experience-based music education philosophy is meaningful in that it proposes the contemporary comprehensive music educational values.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derive some implications for selecting educational contents in music education curriculum through an understanding of Reimer's synergistic approach. The implications for selecting music education contents as stated through the detailed educational goal statement and the deriving of the core educational values were articulated within the following four frameworks: 'Understanding the contextuality and universality of music and musical experiences,' 'Understanding selfness and otherness through experiences of feeling,' 'Understanding the role of linguistic approach,' and 'Understanding the comprehensive role and value of music.' This discussion can serve as a suggestion regarding what direction Korean music education needs to pay attention to in a contemporary educational flow that requires discussing the multidimensional values of education.

KCI등재

3병원 형 Wee센터에서의 집단미술치료가 청소년의 학교적응, 공감, 우울과 불안에 미치는 영향

저자 : 신은자 ( Shin Une-ja ) , 정여주 ( Chung Yeo-ju ) , 지구덕 ( Ji Gu-doc ) , 박민정 ( Park Min-jung ) , 김시내 ( Kim Si-nae )

발행기관 : 한국예술교육학회 간행물 : 예술교육연구 18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37-58 (2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의 목적은 병원 형 Wee 센터 위탁교육과정에서 실시 되는 집단미술치료가 청소년의 학교적응, 공감, 우울과 불안에 미치는 효과를 비교 검증하고, 위탁 교육에서 집단미술치료의 효율적인 적용을 모색하는 데 있다. 연구참여자는 Wee 센터 담당교사가 추천하고 연구 참여를 동의한 12명의 중고등학생이며, 각 6명씩 집단미술치료를 실시한 실험집단과 미술 교과로 미술 활동을 실시한 비교집단으로 구성되었다. 연구 기간은 2019년 9월 2일부터 11월 18일까지이며, 주 1회 90분씩 총 12회기를 실시하였다. 측정도구는 한국판 단축공감 척도(EQ-short-K)와 학교 적응척도(School Adjustment Scale), Patient Health Questionnaire(PHQ-9), Generalized Anxiety Disorder(GAD-7) 그리고 이야기그림(Draw-a-Story)검사이다. 자료는 대응표본 t-검증을 실시하여 실험집단과 비교집단의 사전-사후 평균을 비교 분석하였다. 본 연구의 결과는 실험집단에서 청소년 학교적응과 공감에 정적으로 유의미했다. 또한, 실험집단과 비교집단이 모두 우울과 불안을 감소시키는 데 도움을 주지만, 실험집단에서 좀 더 유의미한 결과를 보였다. 이를 통한 결론은 다음과 같다. 첫째, 미술치료사가 운영하는 집단미술치료는 병원 형 Wee 센터에서 위탁 교육을 받는 청소년의 학교적응에 도움을 준다. 둘째, 집단미술치료와 미술프로그램 모두 우울감 감소에 정적인 영향을 준다. 셋째, 병원 형 Wee 센터의 특성상 미술 작업이 가진 이점과 함께 집단 내 역동을 다룰 수 있는 미술치료사의 개입이 필요하다. 이에 본 연구가 가지는 의의는 병원 형 Wee 센터에서 미술치료를 효과적으로 적용하고 발전시키기 위한 기초 자료로서의 의의가 있다고 하겠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compare and verify the effects of group art therapy on school adaptation, empathy, depression and anxiety of adolescents in the commissioned education program of the hospital-type Wee Center, and to seek efficient application of group art therapy in a commissioned education. Participants included middle and high school students who agreed to participate in the research and were recommended by the teacher in charge at the Wee Center. A total of 12 participants were divided into an experimental group and a comparison group with 6 participants each. The experimental group went through group art therapy, whereas the comparison group went through art activity in an art curriculum. For this research, 90-minute sessions were conducted once a week from September 2, 2019 to November 18, 2019, for a total of 12 times. The Korean version of the empathy quotient-short form (EQ-short-K), school adjustment scale, patient health questionnaire (PHQ-9), generalized anxiety disorder (GAD-7) and Draw-a-Story (DAS) were used as measurements in this study. The data were analyzed using paired t-test and by comparing the pre-mean and post-mean values of the experimental group and the comparison group. The results of this study showed that there was a significant positive effect on the adaptation and empathy of adolescents. Also, while depression and anxiety were found to decrease in both the experimental group and comparison group, the effect was found to be more significant in the experimental group. Our conclusions are as follows. First, group art therapy run by art therapist helps adolescents to adapt to school who are receiving commissioned education at the hospital-type Wee Center. Second, both group art therapy and art activities in an art curriculum have a positive effect on reducing depression. Third, due to the nature of the hospital-type Wee Center, it is necessary for an art therapist, who can handle both the dynamics of a group and the advantages of art program, to intervene. Therefore, the implication of this research is that our results are meaningful as a base data for the effective application and development of art therapy at the hospital-type Wee Center.

KCI등재

4가족가치전환을 위한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 개발 및 운영 연구: 한부모 가족 및 다문화 가족을 대상으로

저자 : 장온정 ( Chang On Jeong ) , 안현지 ( An Hyun Jee )

발행기관 : 한국예술교육학회 간행물 : 예술교육연구 18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59-77 (1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다양한 유형의 가족을 대상으로 사회적 변화에 맞는 가족가치를 수용 할 수 있는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을 개발·운영하고 운영한 결과분석을 통해 '가족' 대상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한 전략을 제시하고자 하였다. 한부모 가족과 다문화 가족의 특성을 고려한 맞춤형 프로그램에는 총 10가족이 참여하였으며, 이들을 대상으로 한 인터뷰와 전문가들의 참여관찰을 통해 효과를 분석하였다. 분석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건강한 가족문화를 위해 가족들이 지향해야 할 '개별성', '다양성', '평등성'의 가치를 인식하고 형성케 하였다. 둘째, 예술 감각적 도구를 활용하여 참여 가족들의 표현 수월성과 관계 유대감을 높였다. 셋째, 가족들의 평범한 일상의 삶을 문화예술 콘텐츠를 활용하여 의미 있는 결과물로 도출하였다. 개선되어야 할 점은 우선, 프로그램 내용 대비 운영 시간의 조율이 필요하다. 둘째, 개발자 및 운영자들의 대상 가족에 대한 이해가 무엇보다 요구된다. 셋째, 가족대상의 프로그램 확산을 위해서는 보다 구조화된 프로그램 구성이 필요하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develop a culture and arts education program that aims for the value of the family according to social changes, and to present strategies for improving the efficiency of the culture and arts education program for families. Educational content reflects the characteristics of single-parent families and multi-cultural families were developed and conducted education to a total of 10 families. The results of analyzing the effects through interviews with educational participants and observation of participation by experts were as follows. First, they recognized the value of “individuality”, “diversity” and “equity” that participants should aim for a healthy family culture. Second, the expressiveness and emotional bonding of the participants families were enhanced by the sensual art medium. Third, the common daily life of the family was utilized as a material for artistic creation, which led to meaningful results. Also, there are some points to be improved in the operation of the program. First, it is necessary to provide enough time for education so that the participating families can interact with each other according to the content of education. Second, educators need to understand the types and characteristics of participants family in order to operate program effectively. Third, More structured programs are needed to promote the dissemination of the culture and arts education programs.

KCI등재

5창의성 교육의 성적평가방식에 따른 창의적 자기효능감 변화 연구

저자 : 최민지 ( Choi Min Ji )

발행기관 : 한국예술교육학회 간행물 : 예술교육연구 18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79-91 (1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대학 수업으로 제공되는 창의성 교육의 성적평가방식 차이가 창의적 자기효능감 변화를 일으키는지 파악하는데 그 목적이 있다. 연구대상은 서울 소재 C대학의 창의성 교육 A.C.T.를 수강한 대학생들로 2018년 1학기부터 2019년 2학기까지 총 4개 학기 19개 분반 787명이다. 선행연구를 통해 예술창작활동으로 이뤄진 A.C.T.가 창의적 자기효능감을 향상시킨다는 것이 밝혀졌다. 창의적 자기효능감의 특성과 형성체계에 관한 세부적인 접근을 위하여 성적평가방식의 차이가 있는 두 그룹을 탐색하였다. 이론 평가방식인 A유형으로 성적평가가 이뤄진 그룹A와 실기 평가방식인 B유형으로 평가받은 그룹B, 두 집단을 대상으로 창의적 자기효능감 척도를 활용하여 사전-사후 설문 조사 자료를 수집하였다. 자료 분석은 SPSS/WIN 통계프로그램 22.0을 활용했으며 먼저 집단 간 동질성을 알아보기 위해 독립표본 t-test를 시행하였다. 집단 간 차이를 알아보기 위해 단변인공변량분석(ANCOVA)을 실시하였으며 차이의 크기를 검증하기 위해 코헨의 효과크기(Cohen'd)를 활용하였다. 본 연구 결과 성적평가방식의 차이는 창의적 자기효능감의 변화 차이를 일으켰다. 두 집단의 차이는 사전검사부터 사후검사에 이르기까지 존재했으며, 실기유형으로 평가한 그룹B의 창의적 자기효능감 향상 수준이 이론유형으로 평가한 그룹A보다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높게 측정되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determine whether the grading method of creativity education provided as a university course causes change to creative self-efficacy. The subjects were 787 university students divided into 19 classes during four semesters who took the common liberal arts course Action Communication Teamwork (A.C.T.) from the first semester of 2018 to the second semester of 2019 at Seoul's C University. Previous studies proved that participating in artistic activities in A.C.T. increases creative self-efficacy. To explore the characteristics and formation system of creative self-efficacy in more detail, two groups with different grading methods were examined: Group A was graded by Type A, a theory-based assessment method, and Group B was graded by Type B, a practice- based assessment method. Data from the pretest-posttest surveys were collected using the creative self-efficacy scale. SPSS/WIN Statistics 22.0 was used for data analysis, and an independent samples t-test was conducted to determine homogeneity between the groups. ANCOVA was conducted to determine the difference between the groups, and Cohen's was used to verify the size of the difference. The results showed that the difference in the grading method affected creative self-efficacy. The difference between the two groups existed throughout the pretest and posttest; Group B showed a smaller level of difference than Group A.

KCI등재

6머신러닝을 활용한 초등학교 3~4학년군 음악교과서 일러스트의 색채 분석

저자 : 정미영 ( Jeong Mi-young ) , 김미숙 ( Kim Mee Sook ) , 송준우 ( Song Junwoo )

발행기관 : 한국예술교육학회 간행물 : 예술교육연구 18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93-118 (2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2015 개정 교육과정에 따른 초등학교 3~4학년군 음악교과서의 색채 분석하는데 목적을 두었다. 색채를 추출하거나 분석할 때 육안에 의존한 수작업으로 하는 경우가 많다. 이 방법은 주관적인 관점이 개입될 뿐만 아니라 많은 시간이 소요된다는 단점이 있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최근 다양한 학문에 적용되고 있는 인공지능 기술 중 머신러닝을 활용하여 보다 객관적인 결과 도출과 연구의 효율성을 제고하고자 하였다. 연구대상은 2015 개정 음악과 교육과정에 따른 초등학교 3~4학년군 음악 교과서(학년별 9종, 총18권)의 단원 표지와 제1단원으로 제한하였다. 연구내용 및 방법으로는 머신러닝 기법 중 하나인 K-mean Clustering을 사용하였으며 이를 통해 추출한 상위 색채 10가지를 분류하고 다시 NCS 코드로 변환하였다. 분석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음악교과서의 단원은 4~6가지로 구성되어 있는데 대부분 단원명과는 관련 없이 4계절과 관련된 색채 이미지로 각 단원을 구분하고 있었다. 둘째, 제1단원 본문은 대부분 GY(Green Yellow)와 YR(Yellow Red)의 색채와 뉘앙스에서 무채색과 채도가 낮은 색조를 많이 사용하고 있었다. 이는 제1단원 표지의 색채와 유사한 것으로 단원의 표지 색은 본문 내에서 강조색 또는 주조색으로 사용하는 경우가 많아 상호간의 연관성이 있음을 알 수 있었다. 즉, 출판사별로 정도의 차이는 있지만 대부분 단원 색채 이미지를 정하고 그것을 전체에 반영하여 통일감을 주고 있었다. 그러나 아동 색채 경험의 중요성을 볼 때 여러 가지 색채의 사용과 채도의 다양한 변화가 요구된다. 아울러 단원의 색채 이미지를 계절로 고정화하기 보다는 악곡에 어울리는 일러스트와 색채로 제시해야 함을 제안한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analyze the color of music textbooks by the revised music curriculum of 2015 for the 3rd and 4th graders in elementary school.
In general, manual works by hand and eye in the existing color analysis procedure are able to not only include personal perspective intervention but also become time-consuming processes when extracting or analyzing colors from textbooks. Therefore, this study seeks to achieve more objective results and research efficiency by utilizing machine learning among artificial intelligence technologies that have been applied to various studies recently. The subjects of the study are limited to the cover and the first section of music textbooks for the third and fourth graders(nine types per grade, 18 volumes in total) according to revised music curriculum of 2015. As one of the machine learning techniques, K-mean Clustering in this research classifies the top 10 colors in the textbooks, and the HEX codes are converted to NCS codes through our proposed color conversion method.
In this study, the results are as follows; First, regardless of the name of each chapter, textbooks, which consist of four to six chapters, only consider four season-related colors and images for music education. Second, chapter in the textbooks mostly uses colors and nuances of the GY(Green Yellow) and YR(Yellow Red), the neutral color scale and low-color chroma. Furthermore, the results show that the color of the cover for each chapter is mainly used as an accent or a dominant color, which is highly related to the text of each chapter this research focuses on. That is, although there are differences in colors in textbooks for each publisher, most of them set color images of each chapter and reflect them throughout the chapters to maintain color consistency in each chapter. However, given the importance of child color experience, various changes in the use and chroma of different colors are required. Lastly, this study also suggests that rather than fixed color images on a seasonal basis, it is more effective for music education to present the illustrations and colors matching the music score.

KCI등재

7전래동요를 활용한 통합예술활동이 유아의 국악능력과 국악흥미도에 미치는 영향

저자 : 박형신 ( Park Hyoungshin )

발행기관 : 한국예술교육학회 간행물 : 예술교육연구 18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19-136 (1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전래동요를 활용한 통합예술활동이 유아의 국악에 대한 이해 및 표현능력과 흥미도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해보는데 목적이 있다. 연구대상은 W시에 위치한 유치원의 만 5세 유아 33명이며, 이 중 실험집단을 대상으로 전래동요를 활용한 통합예술활동을 적용하였고, 비교집단에는 전래동요의 가창 지도와 누리과정에 기초한 예술활동을 적용하였다. 사전·사후 검사 결과를 토대로 유아의 국악능력과 국악흥미도에 대한 평균과 표준편차를 산출하고 공변량분석을 실시하여 활동의 효과를 분석하였다. 연구결과, 전래동요를 활용한 통합예술활동이 유아의 국악능력과 국악에 대한 흥미도에 유의미한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전래동요의 음악문화와 예술적 가치를 고려한 통합예술활동이 유아의 국악능력의 발달을 촉진하고 국악흥미도를 높이는 효과적인 통합활동으로 유아교육 현장에 의미있게 적용될 수 있음을 논의하였다.


The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how young children's musical ability and interest in Korean music were affected by integrated arts activities based on traditional children's songs. In this study, 33 five-year-old children from kindergarten in W city were divided into an experimental and a comparison group. The experimental group then took part in integrated arts activities based on traditional children's songs while the comparison group, even though they sang the same songs, took part in arts activities based on themes in the 'Nuri curriculum'. The average and standard deviations of the children's musical ability and interest in Korean music were calculated from the collected data, and ANCOVA was computed using the pre-test scores of each group as the covariance. The results showed that the integrated arts activities based on traditional children's songs positively affected young children's musical ability and interest in Korean music. Therefore, it is suggested that education in traditional children's songs in young children, by using integrated arts activities that consider its cultural values, and such activities could be useful components for effective arts activities in the field of early childhood education.

KCI등재

8유아의 음악적 흥미와 행복감의 관계에서 자기 표현력의 매개효과

저자 : 서윤희 ( Seo Yun-hee ) , 윤지영 ( Yoon Ji-young )

발행기관 : 한국예술교육학회 간행물 : 예술교육연구 18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37-157 (2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유아의 음악적 흥미와 행복감 및 자기 표현력의 관계를 알아보고 유아의 음악적 흥미와 행복감의 관계에서 자기 표현력의 매개효과를 규명하는데 목적을 두었다. 이를 위해 경상남도 창원시에 소재한 유치원과 어린이집의 만4~5세 유아 406명을 대상으로 자료를 수집하였고 수집된 자료는 SPSS 18.0, Amos 18.0 프로그램을 사용하여 확인적 요인분석과 구조방정식모형을 활용하여 검증하였다. 연구결과 첫째, 유아의 음악적 흥미와 행복감, 자기 표현력의 관계에 비교적 높은 정적 상관관계가 나타났다. 둘째, 유아의 음악적 흥미와 행복감의 관계에서 자기 표현력 매개효과를 알아본 결과 유아의 음악적 흥미와 행복감, 자기 표현력 간에는 모두 유의한 정적관계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리고 음악적 흥미와 자기 표현력, 자기 표현력과 행복감으로 가는 경로가 모두 유의하였으며, 유아의 음악적 흥미는 행복감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따라서 자기 표현력은 유아의 음악적 흥미와 행복감의 관계에서 부분적으로 매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본 연구는 유아의 음악적 흥미가 자기 표현력에 영향을 미쳐 궁극적으로 유아의 행복감 증진에 도움이 된다는 것을 밝혔다는데 의의가 있다.


This study aims to investigate the relationship between musical interest, happiness, and self-expression and to identify mediating effects of self-expression in the relationship between young children's musical interest and happiness. The questions posed for the purpose of the study are as follows. To that end, we collected data from 406 children aged 4 to 5 years public and private kindergartens, public daycare centers, workplace daycare centers, and private daycare centers located in Changwon, Gyeongsangnam-do. The collected data were analyzed using SPSS 18.0 and Amos 18.0 program, and The research hypotheses established in this study were verified using CFA(Confirmatory Factor Analysis) and SEM(Structural Equation Modeling),
The results of this study obtained through the above process are as follows. First, as a result of analyzing the correlation between the musical interest, happiness and self-expression of the young children, there was a relatively high positive correlation between the musical interest, happiness and self-expression of the young children. Second, as a result of examining the mediating effect of self-expression in the relationship between musical interest and happiness of young children, it was found that there was a significant positive relationship between musical interest, happiness and self-expression of young children. In addition, all the paths to musical interest, self-expression, and happiness are significant, and musical interest of young children is shown to have a direct influence on happiness. Therefore, self-expression partially mediated the relationship between young children's musical interest and happiness. It signifies that young children's musical interest has not only a direct effect on happiness, but also through the medium of self-expression. This study has its significance in that it revealed that the musical interest of young children influences the self-expression and ultimately helps to improve the happiness of young children.

KCI등재

9생각의 도구를 활용한 음악중심 창의융합 프로그램 설계방안 연구

저자 : 박은실 ( Park Eunsil )

발행기관 : 한국예술교육학회 간행물 : 예술교육연구 18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59-176 (1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초등학교 3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생각의 도구를 활용한 음악중심 창의융합 프로그램을 설계하는 것이다. 연구를 위하여 먼저 융합프로그램의 적용 사례를 분석하고, 다음으로 13가지 생각의 도구가 가진 특징을 살펴보며 음악에의 적용 가능성을 탐색하였다. 이에 기초하여 음악중심 창의융합 프로그램을 설계하였는데 프로그램의 기본 방향은 다음과 같다. 먼저 창의적 주제에서 출발하였고, 둘째, 직관을 강화하고 느낌과 이미지를 중시하였으며, 셋째, 생각의 도구들을 활용하여 상상력을 발휘하도록 하였고, 마지막으로 통합적 이해를 프로그램의 목적으로 하였다. 본 프로그램은 가고 싶은 나라, 자람, 패턴 찾기, 응원가 만들기, 소리의 성질의 5가지 주제를 가지고 각 주제별 5~6차시 분량의 수업으로 구성하였다. 본 연구를 통해 설계한 프로그램의 이점은 생각의 도구를 적용하여 다양한 사고 유형을 여러 영역에 적용함으로 유연성과 창의성을 신장시켜준다는 점과 음악 활동이 중심이 되어 음악에 대한 이해의 폭과 깊이를 확장 시켜줄 수 있다는 점을 예상해볼 수 있을 것이다. 또한 배운 내용과 실제 생활 사이의 간격을 좁혀 줌으로 실제적인 적용이 용이하게 해줄것이라는 점에서 의미를 가진다고 할 수 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design a music-focused creative convergence program using the thinking tools for 3rd grade students. For the study, the application researches of the convergence program were first analyzed, and then the features of the 13 thinking tools were looked into and the applicability to music was explored. Based on this exploration, a music-focused creative convergence program was designed. The basic direction of the program is as follows. First, it started from a creative theme, second, it strengthened intuition, valued feeling and image, and third, it made it possible to show imagination by using thinking tools, and finally it aimed at integrated understanding as the purpose of the program. This program has 5 subjects: the country you want to go to, growing up, pattern finding, making a cheering song, and the nature of sound. Each subjects consists of 5 to 6 classes. The advantage of the program designed through this study is that it may increase flexibility and creativity by applying various types of thinking to various areas by applying thinking tools, and expand the breadth and depth of understanding of music as the center of music activities. In addition, it can be said to have meaning in that it will facilitate practical application by narrowing the gap between what is learned and real life.

KCI등재

101992년~2019년 국내 학술지 게재 다문화 음악교육 연구의 동향과 향후 과제

저자 : 최은식 ( Choi Eunshik )

발행기관 : 한국예술교육학회 간행물 : 예술교육연구 18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77-195 (1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1992년 ~ 2019년까지 지난 약 30년 간 국내 학술지에 게재된 총 106편의 다문화 음악교육 관련 논문의 경향을 분석하고, 이를 토대로 향후 다문화 음악교육연구의 과제를 제안하기 위한 목적으로 이루어졌다. 문헌분석 방법을 통해 도출된 결과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보다 많은 음악교육 연구자가 다문화 음악교육 연구에 참여할 필요가 있다. 둘째, 연구 대상의 범위를 국외 문헌자료와 다양한 연령대의 학습자로 확대할 필요가 있다. 셋째, 연구방법에 있어 질적 방법과 실험적 방법의 적극적 도입이 필요하다. 넷째, 다문화 학습자의 주권 교육, 주류 한민족 학생을 위한 문화다양성 교육, 전 연령대 대상의 다문화 감수성 교육 등을 포함하는 방향으로 연구주제가 확대될 필요가 있다. 다섯째, 자국내 다문화 음악교육으로서 다문화 음악교육의 유형을 설정하고, 설정된 유형의 타당성을 검중하는 연구가 필요하다. 여섯째, 기존에 연구된 다양한 다문화 음악 교육 방법과 전략의 효과를 검증하기 위한 연구가 필요하다.


This study was conducted to analyze the trend of multicultural music education-related articles published in domestic journals for the past 30 years from 1992 to 2019, and to suggest future tasks of multicultural music education research. The research was conducted through the literature analysis method. The categories of analysis were first, publication time, second, subjects, third, research methods, fourth, titles of the published journal, fifth, research topics, and sixth, types of multicultural music education. The results were as follows: First, multicultural music education research was most actively conducted in the 2010s. Second, the subject of majority of the studies were elementary school music textbooks. Third, descriptive research methods were the most frequently used. Fourth, the articles were published in 48 academic journals in 13 academic fields. Fifth, the development of multicultural music teaching-learning materials was the most frequently adopted topic. And sixth, the type of amalgamation among Elliott's types of multicultural music education was the most frequently adopted. The tasks of future research, which are derived from this research are as follows: First, more music education researchers need to participate in multicultural music education research. Second, literature materials of other multicultural nations and learners of various ages should be included as research subjects. Third, it is necessary to actively introduce qualitative research methods and experimental methods to verify the effects of formerly developed multicultural music education methods. Fourth, It is necessary to expand the research topics to include sovereignty education for learners from multicultural backgrounds, education on cultural diversity for mainstream Korean ethnic students, and multicultural music education for all ages. Fifth, it is necessary to study the feasibility of multicultural music education types suitable for domestic situations, and methodological studies to realize them.

12
권호별 보기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 | | |
1연안해역에서 석유오염물질의 세균학적 분해에 관한 연구

(2006)홍길동 외 1명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해당 간행물 관심 구독기관

차의과학대학교 한국교원대학교 서울대학교 국회도서관 연세대학교
 92
 36
 29
 25
 23
  • 1 차의과학대학교 (92건)
  • 2 한국교원대학교 (36건)
  • 3 서울대학교 (29건)
  • 4 국회도서관 (25건)
  • 5 연세대학교 (23건)
  • 6 이화여자대학교 (20건)
  • 7 고려대학교 (19건)
  • 8 동국대학교 (19건)
  • 9 서울교육대학교 (17건)
  • 10 숭실대학교 (16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