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뇌교육연구 update

  • : 국제뇌교육종합대학원 뇌교육연구소
  • : 의약학분야  >  기타(의약학)
  • :
  • :
  • : 연속간행물
  • : 반년간
  • : 1975-8367
  • :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1권1호(2006)~25권0호(2020) |수록논문 수 : 112
뇌교육연구
25권0호(2020년 05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1실천 중심 세계시민교육의 방향성 탐색 : 공감역량과 공동체역량을 중심으로

저자 : 최윤리 ( Choi Yoon-lee )

발행기관 : 국제뇌교육종합대학원 뇌교육연구소 간행물 : 뇌교육연구 25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7-36 (3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세계화와 함께 강조되고 있는 세계시민교육의 중요성과 논의들을 살펴보고, 뇌교육의 원리와 방법을 적용하여 실천 중심의 새로운 세계시민교육의 방향을 탐색해 보는 데 목적이 있다. 세계화와 함께 세계는 상호연계성과 의존성이 커지고 있다. 상생과 공존의 차원에서 인류가 함께 해결해야 할 문제들이 증가하면서 세계시민교육은 윤리적 당위성과 책임감을 넘어 보편적 가치와 실천적 태도에 대한 요구가 커지고 있다. 이는 인류가 직면하고 있는 지구적 의제들에 대한 깊이 있는 이해와 지구공동체의식을 전제로 한다. 따라서 앞으로의 세계시민교육은 세계시민으로서의 정체성을 바탕으로 공감역량과 공동체역량을 함양하여 실천적 태도를 기를 수 있는 방향으로 진행되어야 할 것이다. 뇌교육은 뇌활용 원리와 성찰활동을 통한 의식 확장을 바탕으로 공감과 공동체의식을 함양하는 구체적 원리와 방법을 제시함으로써 실천 중심의 세계시민교육의 구현에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amine the importance and discussions of global citizenship education emphasized with globalization, and to explore the direction of new global citizenship education centered on practice by applying the principles and methods of brain education. With globalization, the world is becoming more interconnected and dependent. With the increasing number of problems that humanity must solve together at the level of coexistence and coexistence, global citizenship education is increasing in demand for universal values and practical attitudes beyond ethical justification and responsibility. This presupposes a deep understanding of the global agendas facing humanity and a sense of global community. Therefore, the future education of global citizens should be promoted in a direction to develop a practical attitude by cultivating empathy and community competency based on identity as a global citizen. Brain education is expected to greatly contribute to the realization of world-class citizenship education by providing concrete principles and methods to cultivate empathy and community consciousness based on the principle of brain utilization and consciousness expansion through reflection activities.

2점성이 다른 세 종류의 점토활동 동안 불안 여성의 전두엽 뇌파 변화 비교

저자 : 이채영 ( Lee Chae-young )

발행기관 : 국제뇌교육종합대학원 뇌교육연구소 간행물 : 뇌교육연구 25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37-56 (2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서로 다른 점성을 가진 세 종류의 점토활동 진행과정 동안 전두엽 뇌파(EEG)에 어떤 변화가 나타나는지 비교해보고자 하였다. 이를 위하여 평균나이 47세의 불안 성향이 있는 여성 20명을 대상으로 개인이 9일 동안 3일간격으로 한 종류의 점토활동을 20분씩 실시하였다. 뇌파 측정은 좌ㆍ우 전두엽 부위를 측정하였으며, 20분 측정 자료는 5분씩 4개 구간(T1~T4)으로 구분하여 세 종류 점토활동의 평균 변화를 비교하였다. 반복측정분산분석을 실시한 결과는 다음과 같다. 세 종류의 점토활동 특성이 의미있게 나타난 뇌파 지표는 주의력을 반영하는 SMR/Theta 비율과 집중력을 반영하는 SMR+Mid Beta/Theta 비율이었으며, T3(10~15분) 시점에서 가장 큰 평균값의 변화를 보였다. 평균값의 변화는 T1~T3 시점으로 갈수록 무른점토와 보통점토의 평균값은 높아졌고, 단단점토의 평균값은 낮게 나타났다. 또한 Alpha/High Beta 비율에서 단단점토는 T1~T3 시점으로 갈수록 평균값이 높게 나타났다. 이상과 같은 결과로 미루어 볼 때, 무른점토와 보통점토는 점토활동 시작 후 10~15분 시점에서 주의력과 집중력 향상을 유도하는 특성이 있으며, 단단점토는 정신적 스트레스 저항도를 강화시키는 방향으로 유도될 가능성이 있음을 보여주었다.


This study aims to compare changes in frontal EEG during clay activities of three kinds with different viscosity. For this, it conducted a kind of clay activity with 20 women of anxiety disorder aged average 47 for 20 min. at 3-day interval for 9 days. EEG was measured at four sections(T1~T4) of the left and right frontal lobes for 5 min., respectively and average changes of three kinds of clay activities were compared. The results of repeated measures ANOVA were summarized as follows. EEG indices showing three kinds of significant clay activity characteristics were SMR/Theta rate reflecting attention and SMR+Mid- Beta/Theta rate indicating concentration, and the biggest change of average value was found at the time of T3(10~15 min.). In the changes of average value, average values of thin and normal clay activities became higher as it reached T1~T3 and those of thick clay were lower. In addition, thick clay activity showed higher average values at Alpha/High-Beta rate as it reached T1~T3. From the above results, it was found that thin and normal clay activities tended to improve attention and concentration at 10~15 min. after beginning clay activity and thick clay activity showed a possibility of being induced to strengthen resistance against mental stress.

3뇌교육 기반 인성교육 프로그램 분석을 통한 개발 방향 탐색

저자 : 김태은 ( Kim Tae Eun )

발행기관 : 국제뇌교육종합대학원 뇌교육연구소 간행물 : 뇌교육연구 25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57-81 (2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뇌교육 기반 인성교육 프로그램을 심층적으로 분석하기 위해서 분석 준거를 개발한 후, 프로그램의 내용을 개발한 분석 준거를 토대로 질적으로 분석함으로써 뇌교육 기반 인성교육 프로그램의 개발 방향을 제시하는데 그 연구의 목적이 있다. 본 연구의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서 국내 학술지와 학위논문 중에서 뇌교육 기반 인성교육 프로그램 관련 선행연구 60편을 분석대상으로 하였다. 개발된 분석 준거 및 내용을 토대로 11명의 전문가 타당도를 검증하기 위해 평균과 표준편차, 내용타당도 비율 등 기술통계 값을 활용하고, SPSS 22.0 프로그램을 사용하여 분석하였다. 뇌교육 기반 인성교육 프로그램 개발 방향을 결론으로 제시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프로그램의 목적과 유형 등을 고려하여 뇌교육 기반 인성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할 필요가 있다. 둘째, 뇌교육 기반 인성교육 프로그램 내용을 선정하고 조직할 때, 삶의 철학, 상호교류, 감정정화, 두뇌균형, 습관형성 등이 포함될 수 있도록 구성한다. 셋째, 뇌교육 기반인성교육 프로그램의 교수학습방법은 신체활동, 정서활동, 인지활동 등으로 분류할 수 있기 때문에, 신체·정서·인지가 모두 포함된 통합활동을 실시할 필요가 있다. 넷째, 뇌교육 기반 인성교육 프로그램은 체험중심 인성교육, 반복을 통한 습관 형성, 비전과 목표수립 및 행동실천의 특징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일상생활 속에서도 지속적으로 실천될 수 있도록 피드백이 되는 등 추후 관리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개발할 필요가 있다. 다섯째, 뇌교육 기반 인성교육 프로그램의 효과를 내기 위해서는 두뇌친화적 환경, 정서조절, 본질적 자신감 형성, 가치관 정립 순으로 프로그램 원리 및 전략을 사용할 필요가 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present the direction of development of brain education based personality education program by developing the analysis standard for in-depth analysis of brain education-based personality education program and qualitative analysis based on analysis criteria that developed the contents of the program. In order to achieve the purpose of this research, 60 preceding studies related to brain education-based personality education programs were analyzed among domestic academic journals and academic papers. Based on the analysis specifications and content developed, technical statistics such as mean (M) and standard deviation (SD) and content validity ratio (CVR) were utilized and analyzed using the SPSS 22.0 program.
In conclusion, the direction of development of brain education-based personality education programs is as follows. First, it is necessary to develop a brain education-based personality education program in consideration of the purpose and type of the program. Second, when selecting and organizing the contents of the brain education-based personality education program, it is designed to include the philosophy of life, personal interaction, emotional catharsis, brain balance, habit formation. Third, the teaching and learning methods of the brain education-based personality education program needs to be conducted to ensure that they include physical activities, emotional activities, and cognitive activities. Fourth, the brain education-based personality education program has characteristics of experience-based personality education, habit formation through repetition, vision and goal setting, and behavioral practice. Hence, it is essential to develop the manageable program that provides feedback so that can be implemented continuously in daily life. Fifth, it is necessary to use program principles and strategies in order of brain-friendly environment, emotion control, intrinsic self-confidence, and value establishment so as to have the effect of brain education-based personality education program.

4중년여성의 갱년기 증상 수준에 따른 자기조절 능력의 차이 분석

저자 : 김지희 ( Kim Ji-hee )

발행기관 : 국제뇌교육종합대학원 뇌교육연구소 간행물 : 뇌교육연구 25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83-102 (2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의 목적은 중년여성의 갱년기 증상 수준에 따라서 신체, 정서, 인지자기조절 능력에 차이가 있는지를 탐색하는 것이다. 본 연구의 연구 대상은 충청도, 경기도, 경상도 등에 거주하는 중년여성 281명이었으며, 평균 연령은 47.52세였다. 이들에게 자기조절 능력을 평가하기 위한 뇌운영능력 검사 (BOQ: Brain operating quotient)와 갱년기 증상 척도(MRS: Menopausal rating scale)를 실시하였다. 갱년기 증상 총점을 중위값을 기준으로 상, 하 두 집단으로 구분하여 자기조절 능력의 차이를 분석한 결과, 갱년기 증상이 높은 집단은 신체조절 능력 및 정서 자기조절능력 점수가 통계적으로 유의미하게 낮게 나타났다. 세부적으로, 신체조절 능력 중, 순환, 신체 유연성, 근력 및 체중조절 하위 척도 점수가 유의미하게 낮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정서조절 능력 중 대인관계, 감정표현, 자존감 하위척도 점수와 인지조절 능력 중 자기조절 하위척도 점수가 유의미하게 낮게 나타났다. 또한 갱년기 증상 척도의 하위척도별로 자기조절 능력을 분석한 결과, 신체조절 중 순환, 정서조절 중 자존감이 하위척도 모두에서 유의한 결과를 보였다. 본 연구의 결과, 중년여성의 갱년기 증상 수준에 따라서 자기조절 능력에 차이가 있음이 밝혀졌으며, 이러한 결과는 향후에 신체, 정서, 인지 조절능력을 기반으로 하여 중년기의 갱년기 증상과 자존감을 향상시키고 성장변화에 도움을 주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 개발에 기초자료로 사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investigate whether there are differences in physical, emotional, and cognitive self-regulation ability according to the level of menopausal symptoms in middle-aged women. The subjects of this study were 281 middle-aged women living in Chungcheong-do, Gyeonggido, and Gyeongsang-do, and the average age was 47.52 years. Brain operating quotient (BOQ) and menopausal rating scale (MRS) were performed to evaluate self-regulation ability. As a result of analyzing differences in self-regulation ability by dividing the total score of menopause into two groups, upper and lower based on the median value, the group with high menopausal symptoms showed statistically significantly lower physical and emotional regulation. In detail, the subscale scores of circulation, body flexibility, muscle strength and weight control among the physical regulation were significantly lower, and interpersonal relationship, emotion expression, self-esteem subscale score among the emotional regulation and cognitive control were significantly lower. In addition, as a result of analyzing self-regulation ability by subscale of the menopausal symptom scale, circulation among physical regulation and self-esteem among emotional regulation showed significant results in both subscales. As a result of this study, it was found that there is a difference in self-regulation ability according to the level of menopausal symptoms in middle-aged women, and these results will improve and grow the menopause symptoms and self-esteem of middle-aged women based on physical, emotional, and cognitive regulation. It is expected to be used as a basis for developing various programs to help change.

1
권호별 보기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 | | |
1연안해역에서 석유오염물질의 세균학적 분해에 관한 연구

(2006)홍길동 외 1명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해당 간행물 관심 구독기관

고려대학교 서울대학교 선문대학교 성균관대학교 중앙승가대학교
 15
 9
 9
 9
 9
  • 1 고려대학교 (15건)
  • 2 서울대학교 (9건)
  • 3 선문대학교 (9건)
  • 4 성균관대학교 (9건)
  • 5 중앙승가대학교 (9건)
  • 6 전북대학교 (5건)
  • 7 중앙대학교(서울) (5건)
  • 8 충북대학교 (4건)
  • 9 한국교원대학교 (4건)
  • 10 숙명여자대학교 (4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