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한국지역언론학회> 언론과학연구

언론과학연구 update

Journal of Communication Science

  • : 한국지역언론학회
  • : 사회과학분야  >  신문방송
  • : KCI등재
  • :
  • : 연속간행물
  • : 계간
  • : 1598-2653
  • :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1권1호(2001)~18권2호(2018) |수록논문 수 : 722
언론과학연구
18권2호(2018년 06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지역방송 콘텐츠 경쟁력 진단 및 활성화 방안

저자 : 이문행 ( Lee Moonhaeng )

발행기관 : 한국지역언론학회 간행물 : 언론과학연구 18권 2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5-34 (3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국내외 방송 환경이 큰 변화를 겪고 있다. 매체가 다양해지고 플랫폼이 늘어나면서 콘텐츠 공급자로서 지상파 방송의 독과점적 지위는 무너지고 보도 매체로서 지상파 방송의 언론 기능마저 흔들리고 있다. 지상파 전국 방송사의 어려움이 지역 방송사라고 해서 예외일 수 없다. 오히려 광고시장의 협소함이라는 태생적 한계를 지니고 있는 상황에서 방송 환경 변화에 대해 적절하게 대응하지 못해 생존 여부가 불투명해지는 상황도 일어나고 있다. 이 연구는 콘텐츠의 중요성이 그 어느 때보다 강조되고 있는 시대에 지역 방송사가, 지역민을 위한 공감 콘텐츠를 개발하고 이를 통해 부가 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유통망을 구축하여 수익구조를 정상화시킬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는 데 그 목적이 있다. 이를 위해 지역 방송사의 프로그램 편성 및 유통 현황을 구체적으로 점검해 보고 전문가 심층 인터뷰를 통해 활성화 방안을 살펴보고자 한다.


Media industry is undergoing considerable changes. Due to diverse and numerous channels and platforms, status and the influence of TV networks as for the press have been diminished. The difficult situation that the local TV networks face is not an exception. Inability to react adequately towards the current situation which is the narrowed down advertising market, causes them to question in survival. This study's purpose is to find and develop distribution network that would normalize profit system through solid contents. For this, we will analyse the current status of local programming, production and distribution of their contents.

KCI등재

219대 대통령선거 선거방송토론에서 나타난 후보자의 설득전략 분석

저자 : 김관규 ( Kwan-kyu Kim ) , 박연진 ( Yeon-jin Park )

발행기관 : 한국지역언론학회 간행물 : 언론과학연구 18권 2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35-69 (3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제19대 대통령선거의 선거방송토론에서 후보자의 인기도 및 토론형식과 관련하여 5명의 후보자가 전개한 설득전략을 분석했다. 후보자의 설득전략을 분석하기 위해 내용분석을 실시했으며 분석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후보 지지도에 따른 설득전략은 5명의 후보자가 공격전략을 가장 많이 사용했지만, 지지도가 높은 유력후보와 차순위후보는 방어전략을 두 번째로 많이 사용했으며, 비유력후보는 주장전략을 두 번째로 많이 사용했다. 이 결과는 유력후보가 다른 후보보다 공격 전략을 적게 사용하고 방어 전략을 많이 사용하는 경향을 지지하고 있다. 선행연구들에 따르면, 유력후보는 차순위후보를 대상으로 공격과 방어를 집중하고 차순위후보와 비유력후보는 유력후보를 대상으로 공격과 방어전략을 사용하는 경향을 보였다. 그러나 본 연구는 후보자의 공격과 방어대상에 대한 선행연구결과들과 다소 차이를 보인다. 이 차이는 지난 대통령선거에서 나타난 상황적 특성에 기인하는데 크게 두 가지 요인에서 근거를 찾을 수 있다. 첫 번째 요인으로 공격대상과 관련해서 박근혜대통령의 탄핵으로 보수정당이 분당된 것을 들 수 있다. 후보자들이 공격전략을 전개할 때 박근혜정권에 대한 공격은 보수정당 후보 모두가 공격대상이 되었다. 두 번째 요인으로 방어대상과 관련해서 토론형식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 방어전략은 후보자들이 공격을 많이 받은 후보자에 대해 방어를 많이 하는 경향을 보였다. 이번 토론회에서는 시간 총량제 자유토론을 도입하여 자유토론시간이 대폭 늘어나 후보자들은 공격받은 대상에 대해 방어를 할 충분한 시간이 주어졌다고 볼 수 있다. 두 번째 토론형식에 따른 후보자의 설득전략은 각 토론형식에 따라 차이를 보였다. 공통질문답변 형식과 마무리 발언에서는 주장을 가장 많이 사용하였고, 방어는 한 차례도 사용하지 않았다. 이에 비해 자유상호토론에서는 후보자들은 공격발언을 가장 많이 사용하였으며, 다음으로 방어, 주장의 순으로 설득전략을 사용하였다. 따라서 공통질문에 대한 답변과 마무리발언에서 후보자는 주장전략을 가장 많이 사용할 것이라는 가설과 자유상호토론 형식에서 후보자는 공격전략을 가장 많이 사용할 것이라는 가설이 모두 지지됐다.


This study analyzed the persuasion strategies developed by five candidates in the 19th presidential election broadcasting debate in relation to the popularity ratings of the candidates, and discussion format. In order to analyze the persuasion strategy of candidates, we conducted a content analysis. The results of the analysis are as follows. First, the persuasion strategy according to the candidate support showed that most of the five candidates used the attack strategy the most. And the highest candidate and the subordinate candidates in popularity ratings used defense strategy the second most, and the lower candidates used the second most acclaiming strategy. Therefore, This study also supported the fact that the highest candidates tend to use a less attacking strategy than other candidates, but tend to use more defending strategy than other candidates. And the attacking and defending targets according to popularity ratings of candidates are different. According to previous studies, the highest candidate tend to concentrate attacks and defenses on the subordinate candidates, and the subordinate candidates and the lower candidates tend to use attack and defense strategies against the highest candidates. However, this study is somewhat different from previous research results on candidates' attacks and defenders. This is due to the situational characteristics of the last presidential election. First, in relation to the target of the attack, the reason is that the conservative party is divided due to the impeachment of Park Geun-hye. Next, there are debate formats in relation to the subject of defense. In this TV debate, defensive strategies showed that candidates tended to defend a lot of candidates who had been attacked a lot. The free debate time increased considerably with the introduction of free time debate, and the candidates were given enough time to defend against the attacked object. Finally, candidates' persuasion strategies differed according to the discussion formats. In the common question answering format and the final remarks, acclaiming strategy was the most frequently used, and the defense strategy was never used at all. In contrast, in the free discussion, the candidates used the most of the attack words, followed by the persuasion strategies in the order of defense and accaiming strategy.

KCI등재

3언론사 인사관리에서 목표관리 도입에 대한 연구

저자 : 심영섭 ( Young Sub Shim )

발행기관 : 한국지역언론학회 간행물 : 언론과학연구 18권 2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70-106 (3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자본과 임노동의 관계는 소멸되지 않았다. 그러나 임노동 형태와 관계는 진화한다. 이러한 진화는 자본주의의 합리성으로 이해할 수 있다. 동시에 자본주의 시장에서의 불안정한 고용관계로 볼 수도 있다. 디지털 미디어 환경에서 신문기업도 합리적 경영, 목표설정을 통한 성과관리를 필요로 한다. 이러한 배경에서 새롭게 등장한 인사관리가 목표관리 방식이다. 독일의 진델핑어-뵈블링어 차이퉁과 리히텐슈타인의 리히텐슈타이너 폴크스블라트, 벨기에의 그렌츠에코는 성공적으로 목표관리 방식을 도입했다. 신문사 인사관리에서 목표관리방식이 성공하기 위해서는 사내 구성원의 합의가 우선적으로 확보되어야 한다. 인사관리에서 효율성을 얻기 위해서는 구성원들에 대한 창의성과 전문성을 보장하는 경영목표가 동반되어야 한다. 목표관리의 도입목적은 비용절감이 아닌 근무만족도 확대이다.


The relationship between capital and wage labor did not disappear. However, the relationship with the form of work is evolving. This evolution can be understood as the rationality of capitalism. This can be viewed as an unstable employment relationship in the capitalist market. In the digital media environment, newspaper companies also need performance management through rational management and goal setting. The newly emerged personnel management is the Management by Objective in Media Companies. Sindelfinger-Boeblinger Zeitung in Germany, Liechtensteiner Volksblatts in Liechtenstein and Grendecho in Belgium have successfully introduced a Management by Objective approach. In order for a Management by Objective method to be successful in newspaper manpower management, consensus among members of the company should be secured first. In order to obtain efficiency in HR management, management objectives that ensure creativity and professionalism of members should be accompanied. The goal of Management by Objective is to increase job satisfaction, not cost savings.

KCI등재

4공적인물이 발화하거나 방송에서 발생한 혐오표현의 특성에 관한 탐색적 연구

저자 : 이승선 ( Lee Seung-sun )

발행기관 : 한국지역언론학회 간행물 : 언론과학연구 18권 2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107-146 (4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혐오표현은 ①표적 집단에 대한 모욕과 명예훼손 ②차별적 괴롭힘 ③공개적인 조롱·멸시·비하 ④증오 선동 ⑤낙인 ⑥반인륜적인 역사부정 표현 등으로 유형화 할 수 있다. 한국의 경우 혐오표현을 처벌하는 단일한 형사법이 없다. 다만 방송법과 공직선거법 등에서 지역이나 성별 등을 이유로 비하·모욕하거나 차별하는 행위를 금지하고 있다. 따라서 혐오표현으로 인한 피해를 간접적인 방식으로 해결할 가능성이 있다. 피해자가 명예훼손이나 모욕 등을 이유로 언론소송을 제기해서 혐오표현에 대응하거나 방송통신심의위원회가 방송의 혐오표현을 심의규정 위반행위로 규정해 제재하는 행위가 간접적인 대응으로 분류될 수 있다. 혐오표현 규제와 관련한 법이 제정된다면 법적 책임이 추궁될 수 있는 사례를 추출하고 그 특성을 분석·평가하는 것이 이 연구의 목적이다. 이러한 분석과 평가는 혐오표현의 한 유형에 속하는 행위들이 법적인 제재를 받지 않는 이유를 규명하거나 향후 혐오표현을 규제하는 법적제재 수위와 방법을 모색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다. 연구자는 공적인 인물의 표현으로 인해 발생한 기존 언론소송 사례 중에서 혐오표현으로 판정될 가능성이 있는 사례 11건과 방송통신심의위원회의 심의제재 결정을 받은 사례 24개를 수집해서 이 연구에 활용했다. 이 연구는 표현의 자유와의 이익을 고려하여 혐오표현을 신중하게 규제하되 집단 명예훼손의 법리가 아닌 별도의 혐오표현 규제의 법리를 적용할 것과 증오 선동, 반인륜적인 역사부정 표현을 실질적으로 규율하여 인간의 존엄성을 보호하고 사회적 공공성, 토론과 비판을 토대로 하는 민주주의 시스템을 보장할 것을 제안했다.


Hate speech or hatred expressions can be characterized by insult and libel on target groups, discriminatory harassment, public ridicule, incitement of hatred, stigma and exclusion, and an inhumane denial of historical facts. Hatred expressions are targeted at specific groups which have characteristics such as region, race, ethnicity, gender, religion, disability, and so on. Hatred expressions not only hurt individuals but also threaten the democratic system. Freedom of expression is important, but harmful expressions of hatred need to be regulated. There is no single criminal law punishing hatred expressions in Korea. This study argues that the libel laws should not apply to hate speech, but should be regulated by separate laws. In particular, the study suggests substantial control over the incitement of hatred and an inhumane denial of historical facts. Such regulations will help ensure human dignity and protect a democratic system based on de bate and criticism.

KCI등재

5건강뉴스보도에서 텍스트 기사의 획득·손실 프레임과 시각적 이미지 예시가 수용자의 이슈 지각·예방행위의도·정보획득에 미치는 영향

저자 : 이은우 ( Lee Eun Woo ) , 유홍식 ( Yu Hongsik )

발행기관 : 한국지역언론학회 간행물 : 언론과학연구 18권 2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147-184 (3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예상이론과 예시이론을 접목해 자외선 차단제 사용과 피부암 이슈에 대한 건강보도에서 텍스트 기사의 획득·손실 프레임과 이미지 예시의 획득·손실 프레임이 수용자의 이슈지각, 예방행위의도, 정보획득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는지를 탐색하였다. 총 154명의 대학생이 실험연구에 참여하였고, 실험설계는 2(기사 프레임: 획득, 손실) x 3(이미지 예시 프레임: 획득, 손실, 이미지 예시 없음) 집단간 요인설계로 이루어졌다. 분석결과, 피부암의 심각성에 대한 지각은 손실 프레임으로 작성된 기사에 노출된 실험집단에 높게 나타났으며, 이미지 예시의 경우에도 손실 프레임에 노출된 실험집단에 높게 나타났다. 기사 프레임과 이미지 예시 프레임간의 상호작용효과는 나타나지 않았다. 자외선 차단제의 효과에 대한 예측은 손실 기사프레임보다 획득 기사 프레임에 노출된 실험집단에서만 높게 나타났다. 기사 프레임과 이미지 예시 프레임은 예방행위의도에는 영향을 미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정보획득은 획득 기사프레임보다는 손실 기사 프레임에 노출된 집단에서, 이미지 예시를 포함하지 않은 실험기사보다는 손실이나 획득 이미지 예시를 포함한 실험기사에 노출된 집단에서 높게 나타났다.


This experimental study examined the effects of Health news' gain- and loss-frame and gain-loss image exemplars on audience's perception of reported issues, the prevention behavior intention, and information acquisition. A total of 154 undergraduates partook in the experiment. The theme of the news article and images was sunscreen use to prevent skin cancer. The study employed a 2(text news frames; gain/loss) x 3(Image exemplar : gain/loss/no image) between-subjects factorial experimental design. The results showed that the loss-framed text news and loss-framed image exemplar influenced the recognition of severity on skin cancer. The influence of a gain-framed text news article was reconfirmed by the prediction of the sunscreen effects, but frames of image exemplar had no effects on the prediction of sunscreen use effects. Frames of text news article and image exemplar had no effects on the prevention behavior intention. Lastly, the loss-framed text news helped audience to recognize health-related information from the experimental news article. Moreover, research participants who read the experimental news article with either loss-framed image exemplar or gain-framed image exemplar acquisited more information than those who read experimental news article with no image.

KCI등재

6정부소통역량 강화를 위한 공무원 성과관리제도의 선행요인 및 효과에 관한 연구

저자 : 이태준 ( Taejun(david) Lee )

발행기관 : 한국지역언론학회 간행물 : 언론과학연구 18권 2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185-221 (3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4차 산업혁명 기술의 발달과 더불어 열린정부 패러다임 중심의 공거버넌스 생태계가 조성되면서 투명성, 개방성, 공정성, 책임성, 대응성 중심의 정부 소통역량이 그 어느 때 보다 중요해졌다. 이러한 배경에서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의 소통역량지수 평가제도는 중앙정부 소통의 질과 공무원 PR커뮤니케이션 역량 강화를 제도적 차원에서 한 단계 끌어올리는 대표적인 사례로 손꼽힌다. 본 연구에서는 정부효과성 및 윤리적 거버넌스의 질을 강화시키고 정부신뢰와 정책수용성을 제고할 수 있는 정부소통역량 성과관리 제도의 공공관리 전략과 제도적 시사점을 도출하기 위해 식약처 소통역량지수 평가제도의 효과성과 영향요인의 관계 및 영향력을 조직구성원의 인식과 태도를 통해 분석하였다. 세부적으로 본 연구에서는 평가제도의 효과성에 영향을 미치는 주요 선행요인들을 인구통계학적, 개인심리학적, 조직문화적, 평가제도적 차원으로 구분하고, 각각의 요인들이 제도수용성에 미치는 효과의 상대적 크기를 위계적 회귀분석을 통해 비교하였다. 그 결과 성별(인구통계학적 차원), 직무몰입도(개인심리적 차원), 제도적 리더십(조직문화적 차원), 지표체계의 실용성(평가제도적 차원)이 소통역량지수 평가제도에 유의미한 영향을 미치는 선행요인으로 나타났다. 또한 각 차원이 점증적으로 추가 고려될 경우, 소통역량지수 평가제도의 효과성을 보다 충실하게 설명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결과로부터 안팎으로 거세게 요구되는 정부혁신과 정부신뢰 제고를 위한 공무원 PR커뮤니케이션의 제도적 관리방안과 세부 실행전략을 논의하였으며, 중앙정부 차원에서 정부소통과 관련된 성과평가제도의 과학적 관리기법의 구체적인 방향성과 논거를 제시하였다.


This study explores the public officers' acceptance of performance appraisal systems aimed at enhancing government communication capacity in the Ministry of Food and Drug Safety in the Republic of Korea. To this end, through hierarchical regression, the current study examines and identifies key factors that influence the level of multiple constituencies' acceptance in government organizations in light of demographic, psychographic, organizational and performance indicator perspective. As a result, it turned out that gender, ability to conform and apply, education and training provision and perceived utility are the most meaningful precursor to organizational acceptance of performance ap praisal system towards government communication capacity. Managerial implications from the findings are expected to provide strategic insights and practical guidelines for researchers and managers hoping to enhance the quality of public governance and communication in the era of open government partnerships. Limitations of the study and directions for future research are also discussed.

KCI등재

7한국 메르스 사태에 대한 국내외 언론보도 의미망 비교연구

저자 : 진나영 ( Na-yeong Jin ) , 정정주 ( Chung Joo Chung )

발행기관 : 한국지역언론학회 간행물 : 언론과학연구 18권 2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222-262 (4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언론이 한 사회의 담론을 형성하고 현실을 사회적으로 구성하는 기능을 담당한다는 전제 아래, 2015년 한국에서 발생한 '메르스 사태'에 관한 우리나라 언론과 해외 언론의 보도형식, 내용, 의미구조에 대해 의미망분석을 시도하였다. 분석결과, 국내외 언론에서 공통적으로 보도한 내용은 메르스 사태의 발생원인과 진행과정, 그리고 당시에 생소했던 메르스 질병에 대한 정보였다. 국내 언론에서는 초기감염자, 주의, 우려, 비상사태 등과 같은 단어들이 빈번하게 나타났는데, 이는 우리나라가 메르스에 직접적인 영향을 받고 있기 때문에 지리적 특성상 질병전이 확률이 상대적으로 낮은 해외 언론의 접근법과는 달랐다고 볼 수 있다. 반면 해외 언론은 한국의 메르스사태를 홍콩의 사스 사태와 비교하면서 새로운 유형의 코로나바이러스 감염과 전파에 초점을 맞추면서 질병에 대처하는 방안과 국제정세를 주요하게 다루고 있었다. 국내외보도 모두 한국에서 메르스 사태가 발생하게 된 원인, 사건의 진행과정, 정부의 정보비공개와 같은 안이한 대처, 이로 인한 메르스 환자나 사망자 수 증가에 따른 국가재난 프레임이 동일하게 나타났다. 본 연구는 우리나라에서 발생한 메르스 사태에 대해 전 세계의 미디어에서 보도된 뉴스기사를 수집하였다는 점, 의미망분석을 통해 국내외 언론이 각각 주요하게 다루고 있는 사안과 메시지의 차이, 보도의 의미구성과 해석방향에 대해 비교분석하였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


This study investigated the difference of the domestic and international media coverages of 'Korea MERS' situation in Korea. Using semantic network analysis, it is to identify the characteristics and structures of media reports by assigning the results of the media texts of newspaper articles as social construction of reality. As a result of the analysis, common appear contents was information about the cause and progress of the incident and the unfamiliar disease called MERS. The media coverage difference between the domestic and foreign countries was mainly concerned with the attitudes of the disease and the government authorities, especially in the case of Korea. In the case of foreign countries, there was a media coverage regarding on the root cause analysis and precautionary measures that prompted MERS.

1
권호별 보기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 | | |
1연안해역에서 석유오염물질의 세균학적 분해에 관한 연구

(2006)홍길동 외 1명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해당 간행물 관심 구독기관

연세대학교 이화여자대학교 서울대학교 한국외국어대학교 중앙대학교(서울)
 45
 26
 18
 17
 17
  • 1 연세대학교 (45건)
  • 2 이화여자대학교 (26건)
  • 3 서울대학교 (18건)
  • 4 한국외국어대학교 (17건)
  • 5 중앙대학교(서울) (17건)
  • 6 경희대학교 (17건)
  • 7 성균관대학교 (15건)
  • 8 한양대학교 (11건)
  • 9 인하대학교 (10건)
  • 10 고려대학교 (10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