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한국환경생태학회> 한국환경생태학회지

한국환경생태학회지 update

Korean Journal of Environment and Ecology

  • : 한국환경생태학회
  • : 자연과학분야  >  생물
  • : KCI등재
  • :
  • : 연속간행물
  • : 격월
  • : 1229-3857
  • :
  • : 응용생태연구(~1995) → 환경생태학회지(1996~) → 한국환경생태학회지(1999~)

수록정보
수록범위 : 1권1호(1987)~34권6호(2020) |수록논문 수 : 1,511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4권6호(2020년 12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녹나무과 상록활엽수 자생지 기후특성과 기후변화에 따른 분포 변화

저자 : 유승봉 ( Seung-bong Yu ) , 김병도 ( Byung-do Kim ) , 신현탁 ( Hyun-tak Shin ) , 김상준 ( Sang-jun Kim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4권 6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503-514 (1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기후변화는 생물계절반응 변화와 식물 자생지 이동을 초래한다. 우리나라 상록활엽수림도 과거 20년에 비해 분포역이 넓어지고 있으며, 자생지 범위가 북상하고 있다. 이에 따른 녹나무과 상록활엽수의 자생지 변화 예측을 위해 먼저, 식생의 분포와 관련이 깊은 온량지수와 한랭지수, 최한월 최저기온, 연평균기온 등 기후지표를 분석하였다. 그 변화량과 공간분포분석을 통해 우리나라 난온대 지역에 분포하는 녹나무과 상록활엽수 8종의 자생지 기후지표특성을 파악하였다. 또한, 기후지표특성을 바탕으로 MaxEnt 종 분포모형을 적용하여 기후변화 시나리오(RCP 4.5/8.5)에 따른 21세기 자생지 변화를 예측하였다. 녹나무과 상록활엽수 8종의 자생지 월 평균 기후지표 특성은 온량지수 116.9±10.8℃, 한랭지수 3.9±3.8℃, 연강수량 1495.7±455.4㎜, 건습지수 11.7±3.5, 연평균 기온 14.4±1.1℃, 동계 평균 최저기온 1.0±2.1℃로 나타났다. 기후변화 시나리오 RCP 4.5에 근거한 녹나무과 상록활엽수의 분포는 전라남도와 경상남도를 포함하는 도서지방과 서·남해안의 인접지역, 동해안의 강원도 고성까지 분포가 확대되는 것으로 분석되었다. 기후변화 시나리오 RCP 8.5에 근거한 분포의 경우 전라남도와 경상남도의 전 지역과 전라북도, 충청남도, 경상북도, 수도권의 일부 지역을 제외한 대부분 지역으로 분포가 확대될 것으로 분석되었다. 기후변화에 대비한 녹나무과 상록활엽수의 보전을 위해서는 자생지 내·외 보전 기준설정 및 다양한 자생지 특성 분석이 수행되어야 한다. 또한, 기후지표를 기반으로 한 생물계절정 자료를 통해 기후변화에 따른 녹나무과 상록활엽수의 분포, 이동, 쇠퇴 등의 미세변화를 선제적으로 감지하고 보전관리 방안을 수립하여야 할 것이다.


Climate change leads to changes in phenological response and movement of plant habitats. Korea's evergreen broad-leaved forest has widened its distribution area compared for the past 20 years, and the range of its native habitats is moving northward. We analyzed climate indices such as the warmth index, the cold index, the lowest temperature in the coldest month, and the annual average temperature, which are closely related to vegetation distribution, to predict the change in the native habitat of Lauraceae evergreen broad-leaved trees. We also analyzed the change and spatial distribution to identify the habitat climate characteristics of 8 species of Lauraceae evergreen broad-leaved trees distributed in the warm temperate zone in Korea. Moreover, we predicted the natural habitat change in the 21st century according to the climate change scenario (RCP 4.5/8.5), applying the MaxEnt species distribution model. The monthly average climate index of the 8 species of Lauraceae evergreen broad-leaved trees was 116.9±10.8℃ for the temperate index, the cold index 3.9±3.8℃, 1495.7±455.4㎜ for the annual precipitation, 11.7±3.5 for the humidity index, 14.4±1.1℃ for the annual average temperature, and 1.0±2.1℃ for the lowest temperature of winter. Based on the climate change scenario RCP 4.5, the distribution of the Lauraceae evergreen broad-leaved trees was analyzed to expand to islands of Jeollanam-do and Gyeongsangnam-do, adjacent areas of the west and south coasts, and Goseong, Gangwon-do on the east coast. In the case of the distribution based on the climate change scenario RCP 8.5, it was analyzed that the distribution would expand to all of Jeollanam-do and Gyeongsangnam-do, and most regions except for some parts of Jeollabuk-do, Chungcheongnam-do, Gyeongsangbuk-do, and the capital region. For the conservation of Lauraceae evergreen broad-leaved trees to prepare for climate change, it is necessary to establish standards for conservation plans such as in-situ and ex-situ conservation and analyze various physical and chemical characteristics of native habitats. Moreover, it is necessary to preemptively detect changes such as distribution, migration, and decline of Lauraceae evergreen broad-leaved trees following climate change based on phenological response data based on climate indicators and establish conservation management plans.

KCI등재

2인공습지 조성 후 환경변화가 잠자리목의 종수 및 개체수에 미치는 영향 파악

저자 : 이수동 ( Soo-dong Lee ) , 배순형 ( Soo-hyoung Bae ) , 이광규 ( Gwang-gyu Lee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4권 6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515-529 (1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인공습지는 조성 후 자연적인 천이 과정으로 인해 육상식물의 비율이 높아지는 등 생물학적 및 물리적인 변화가 진행되는데, 이는 정화 기능 뿐만 아니라 종다양성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이에 본 연구는 낙동강 매수토지 중 수심, 주변 입지 조건 등을 고려하여 7개의 인공습지를 선정한 후 물리적인 환경 및 생물종의 시계열적인 변화를 모니터링한 결과를 바탕으로 생물다양성에 영향을 미치는 환경요인을 도출하고 관리방안을 제안하고자 하였다. 서식처와 종다양성의 변화 경향을 예측하고자 환경현황과 습지의존종인 잠자리목의 출현 현황을 파악하였다. 수심 0.2~1m 내외로 복원되어 수면이 유지되었던 2012년과 비교하여 2015년에는 식재된 추수식물이 깊은 수심으로 확산되면서 개방 수면의 면적도 줄었다. 잠자리의 종수는 총 54종류가 관찰되었는데 식재한 식물이 확산되었음에도 불구하고 식생, 수면, 초지 등 서식처 다양성이 유지되어 조성 초기와 유사하였다. 하지만, 잠지리의 개체수는 2012년과 비교하여 2015년에 줄었는데, 이는 수면이 축소되면서 수생식물이 드문 곳을 선호하는 실잠자리과에 속하는 종의 개체수가 감소하였기 때문인 것으로 판단되었다. 연도별 습지간 종수 및 개체수의 차이를 분석한 결과 p-value가 각각 2.568e-09, 1.162e-08로 차이는 유의하였다. 개방 수면 감소가 종다양성과 잠자리의 서식밀도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분석되었는데, 조성 초기에 식재한 갈대, 달뿌리풀, 부들 등 추수식물의 확산이 개방 수면 축소와 잠자리 종수 감소를 초래하므로 개방 수면을 유지하는 관리가 이루어져야 할 것이다.


Constructed wetlands undergo biological and physical changes such as an increase in the proportion of arid plants due to the natural succession process after formation. It can adversely affect not only the purification function but also the habitat of species. As such, this study aims to identify environmental factors affecting biodiversity and propose management plans based on the monitoring results of physical environmental changes and the emergence of species in seven constructed wetlands selected based on the water depth and surrounding conditions among the lands purchased by the Nakdong River basin. We examined the environmental conditions and emergence of the Odonata, which is a wetland-dependent species, to predict the trend of changes in biodiversity and abundance. The results showed that the open water area decreased as the emergent plants spread to the deep water in 2015 compared to 2012 when they were initially restored to a depth of 0.2 to 1 m. While a total of 54 dragonfly species were observed, the habitat diversity, such as vegetation, water surface, and grassland, remained similar to the initial formation of the wetlands despite the expansion of the emergent plants. On the other hand, the number of Agrionidae species, which prefer areas with fewer aquatic plants, decreased between 2012 and 2015 due to the diminished water surface. The p-values of the differences in the number of species and population between wetlands by year were 2.568e-09 and 1.162e-08, respectively, indicating the statistically significant differences. The decrease in open water surface was found to have the greatest effect on the biodiversity and habitat density of dragonflies. The time-series survey of constructed wetlands confirmed that the spread of Phragmites communis, P. japonica, Typha orientalis, etc., caused a decrease in species diversity. It suggests that environmental management to maintain the open water surface area is necessary.

KCI등재

3중부산악 DMZ 민통선이북지역의 담수어류 출현양상

저자 : 명라연 ( Ra-yeon Myung ) , 서형수 ( Hyung-soo Seo ) , 고명훈 ( Myeong-hun Ko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4권 6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530-542 (1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중부산악 DMZ 민통선이북지역의 담수어류 출현양상을 밝히기 위해 2018년 5월부터 10월까지 조사를 실시하였다. 조사기간동안 24개 지점에서 족대와 투망으로 12과 43종 7,744개체를 채집하였고, 우점종은 참갈겨니(30.3%), 아우점종은 피라미(18.5%)였으며, 그 다음으로 버들치(10.0%), 버들개(6.7%), 돌마자(5.9%), 묵납자루(4.5%), 돌고기(4.2%), 대륙종개(2.6%), 등의 순으로 우세하게 출현하였다. 출현종 중 법정보호종은 천연기념물 어름치 1종, 환경부지정 멸종위기야생생물 II급의 다묵장어, 묵납자루, 가는돌고기 3종 등 모두 4종이, 한국고유종은 20종(46.5%)이 채집되었다. 또한 기후변화민감종(냉수성어류)은 금강모치와 새미, 둑중개 3종이, 육봉형 어류는 다묵장어와 둑중개와 밀어 3종이, 외래종은 배스 1종이 출현하였다. 지점별 우점종은 참갈겨니(15개 지점), 피라미와 버들치(4개), 둑중개(1개)였으며, 우점도는 상류부에서 하류부(김화남대천 본류)로 갈수록 낮아지고, 반대로 다양도와 종풍부도는 상류부에서 하류부로 갈수록 높아졌다. 군집구조는 크게 최상류, 상류, 한강, 임진강으로 구분되었다. 선행조사와 비교한 결과, 본 조사에서 가장 많은 종(43종)이 채집되었고, 새로 채집된 어류는 2종(참중고기, 배스), 채집되지 않은 종은 6종(쏘가리, 대농갱이, 열목어, 흰줄납줄개, 왜매치, 왜몰개)이었다. 김화남대천은 법정보호종(4종)을 비롯한 많은 종이 서식하고 다양도와 풍부도지수가 높아 생물학적 가치가 높았고, 끝으로 이 지역의 보전방안에 대해 논의하였다.


This study surveyed the central mountain area of Demilitarized Zone (DMZ) from March to October 2018 to reveal the appearance patterns of freshwater fish. We collected 7,744 individuals of 43 species in 12 families with skimming nets and cast nets in 12 stations during the survey. The dominant species was Zacco koreanus (30.3%), and the subdominant species was Z. platypus (18.5%), followed by Rhynchocypris oxycephalus (10.0%), R. steindachneri (6.7%), Microphysogobio yaluensis (5.9%), Acheilognathus signifer (4.5%), Pungtungia herzi (4.2%), and Orthrias nudus (2.6%). Among the collected species, four were legally protected. They included Hemibarbus mylodon, which was a natural monument, and Lethenteron reissneri, A. signifer, and Pseudopungtungia tenuicorpa, which were class II endangered wildlife designated by the Ministry of Environment. Twenty Korean endemic species (46.5%) and one exotic species, Micropterus salmoides, were also collected. Additionally, three climate-change sensitive species, R. kumgangensis, Ladislavia taczanowskii, and Cottus koreanus, and three landlocked species, L. reissneri, C. koreanus, and Rhinogobius brunneus appeared. The dominant species in each station were Z. koreanus (15 stations), Z. platypus (four stations), R. oxycephalus (four stations), and C. koreanus (one station). The species dominance index decreased from upstream to downstream (mainstream of Gimhwanamdae Stream), while the species diversity index and the species richness index increased. The community structure of the rivers was divided into the uppermost stream, upper stream, Han River, and Imjin River. Compared to antecedent surveys, this study collected the highest number of species. Two new species (Sarcocheilichthys variegatus wakiyae and Micropterus salmoides) were caught, while six species (Siniperca scherzeri, Leiocassis ussuriensis, Brachymystax lenok tsinlingensis, Rhodeus ocellatus, Abbottina springeri, Aphyocypris chinensis) did not appear. Gimhwanamdaecheon Stream has high biological value with the inhabitation of many species, including species under legal protection and high diversity and richness index scores. This paper also discussed a protection plan for this area.

KCI등재

4합천호의 어류상 변화와 블루길(Lepomis macrochirus) 개체군의 특성

저자 : 장창열 ( Chang-ryeol Jang ) , 배양섭 ( Yang-seop Bae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4권 6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543-550 (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합천댐 및 주변하천에서 서식하는 어류상과 외래도입종인 블루길 개체군에 대한 특성을 파악하고 기초 자료를 제공하고자 시행된 연구이다. 합천댐 및 주변지류에 서식하는 어류를 대상으로 2016년부터 2017년까지 조사를 수행한 결과, 확인된 어류상은 총 10과 30종 1,785개체이었으며, 한국고유종은 8종(고유화율 21.8%), 외래도입종 3종, 생태계교란 생물 2종이 조사되었다. 본 연구와 과거조사를 비교한 결과, 과거조사에서 12과 36종이 보고되었고, 과거조사시 확인되었으나 본 연구에서 조사되지 않은 종은 총 14종으로, 합천호에 대해 세밀한 조사를 시행할 경우 대부분 확인될 것으로 판단된다. 합천호에 우점종으로 확인된 블루길 개체군에 대해 전장-체중 관계식을 분석한 결과, 연령구조는 1~2년생의 개체군이 많이 확인되어 개체군이 급격히 성장하는 단계인 것으로 나타났다. 비만도와 전장-체중 관계식은 모두 양호한 상태로 확인되어 블루길 개체군에 대한 관리방안이 마련되어야 할 것으로 판단된다. 본 연구결과를 사용하여 합천댐 및 주변하천에 서식하는 블루길 개체군에 대한 성장 및 동향을 파악하는데 유용한 자료로 활용될 것으로 보여진다.


This study aimed to identify the characteristics of fish inhabiting Hapcheon Dam and surrounding rivers and the Bluegill population, an invasive species, and provide basic data. The survey of fish living in Hapcheon Dam and surrounding tributaries in the Ulsan area from 2016 to 2017 identified a total of 1,785 individuals of 30 species of 10 families and identified 8 Korea's endemic species (21.8% indigenization rate), 3 exotic species, and 2 ecosystem disturbance species. The comparison of this study with the past survey showed that 36 species of 12 families were reported in the past survey, but 14 species of them were not found in this study. We believe that a more detailed survey of Lake Hapcheon should identify most of them. The analysis of the length-weight relationship for the Bluegill population, identified as the dominant species in the Hapcheon Lake, showed that a large number of populations was in the stage of rapid growth as a large number of populations aged 1 to 2 years was found. Since the obesity level and the length-weight relationship were confirmed to be in good condition, it was necessary to prepare a plan to control the Bluegill population. We expect that this study's results can be useful data for understanding the growth and trends of the Bluegill population inhabiting the Hapcheon Dam and surrounding rivers.

KCI등재

5송천에 서식하는 새미(Ladislabia taczanowskii)의 생태 특성

저자 : 변화근 ( Hwa-keun Byeon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4권 6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551-557 (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새미(Ladislabia taczanowskii)의 생태적 특징을 연구하기 위해 2019년 3월부터 11월까지 송천에서 조사를 실시하였다. 본 종은 하천 상류역에 분포하며 하상구조는 큰돌(boulder)과 작은돌(cobble)이 풍부였으며, 수심은 31~148 ㎝이었고, 유속은 0.94±0.23 (0.51~1.39) m/sec로 빨랐다. 암수 성비는 1 : 0.89 이었다. 전장빈도분포도에 따른 연령은 전장 38~70 mm 미만은 만1년생, 70~100 mm은 만 2년생, 100~120 mm은 만 3년생, 120~128 mm은 만 4년생 이상으로 추정되었다. 생식가능 전장의 크기는 암컷이 70 mm, 수컷은 75 mm 이상이었다. 산란시기는 5월에서 8월까지 이었으며(수온은 15.5~20.1℃), 산란 성기는 6∼7월로 추정되었다(수온은 15.8~17.2℃). 산란장은 소에서 여울이 시작되는 부분으로 모래와 자갈로 형성된 하천 바닥이었으며 폭은 약 70 ㎝, 길이는 약 150 ㎝, 수심은 20~50 ㎝이었다. 포란수는 평균 821 (401~1,314)개 이었고 성숙란은 짙은 노란색 구형으로 직경이 1.62±0.02(1.43~2.01) mm 이었다. 먹이생물은 부착조류에 속하는 남조류(Cyanophyta), 녹조류(Chlorophyta), 규조류(Bacillariophyta), 수서곤충에 속하는 하루살이목(Ephemeroptera)과 파리목(Diptera) 등 이었다. 식성은 잡식성 이었으나 섭취된 먹이의 90% 이상은 부착조류로 식물성이었다.


This study surveyed the ecological characteristics of Ladislabia taczanowskii at Songcheon Stream from March to November 2019. The species inhabited upstream, where the riverbed structure was mostly covered with boulders and cobbles. The water depth was 31-148 ㎝, and the stream velocity was fast at 0.94±0.23 (0.51-1.39) m/sec. The gender ratio of females to males was 1 : 0.89. The age according to the total length frequency distribution indicated that the group with 38-70 mm below in total length was one year old, the group with 70-100 mm was two years old, the group with 100-120 mm was three years old, and the group over 120-128 mm was over four years old. The total length of sexually mature fishes was 70 mm for females and 75 mm or more for males. The spawning season was from May to August, and the water temperature was 15.5-20.1℃ during the period. The prosperous spawning season was from June to July, and the water temperature was 15.8-17.2℃ during the period. The spawning ground was where the riffle began in the pool, and its bottom was formed of sand and gravel. The width was about 150 ㎝, and the water depth was 20 to 50 ㎝. The average number of eggs in the ovaries was 821 (401-1,314) per matured female, and the matured eggs were yellowish and spherical with a mean diameter of 1.62±0.02 (1.43-2.01) mm. The live foods of L. taczanowskii Cyanophyta, Chlorophyta, Bacillariophyta, Ephemeroptera, and Diptera. The feeding habit of L. taczanowskii is omnivorous, but more than 90% of the stomach content was attached algae.

KCI등재

6식생정보에 기초한 백두대간 지리산권역 내 훼손지 유형별 실태조사

저자 : 이혜정 ( Hye-jeong Lee ) , 김주영 ( Ju-young Kim ) , 남경배 ( Kyeong-bae Nam ) , 안지홍 ( Ji-hong An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4권 6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558-572 (1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백두대간 지리산권역 내 훼손지의 유형을 분류하고, 각 훼손 유형별 실태조사를 통해 훼손 정도를 파악하여 훼손지의 복원 방향을 제시하기 위한 기초자료로 활용하기 위해 수행되었다. 지리산권역의 훼손실태를 분석한 결과 전체 훼손지의 패치 수는 57개로 확인되었고, 평균고도가 낮고 경사가 완만한 지역일수록 훼손지의 패치 수 및 훼손 면적이 더 넓게 나타났다. 훼손 유형은 초지(폐경지)와 경작지의 비율이 높게 나타나 농업적 토지이용이 주요 훼손 요인으로 분석되었다. 이 중 14개소의 훼손지를 대상으로 실태조사를 수행한 결과, 훼손 유형은 초지, 경작지, 복원지, 벌채지 및 나지로 분류되었다. 각 유형별 교란정도(일년초 및 이년초의 비율, 도시화지수, 교란율)를 분석한 결과, 초지 및 경작지에서는 대부분 초본류로만 구성된 1층 구조의 단순한 식생구조와 교란정도가 높게 나타났다. 소나무 유묘가 다수 식재된 복원지의 경우 2층 구조의 식생구조가 나타났고, 복원사업으로 인한 교란과 인근의 등산로로 인해 귀화식물의 유입이 다른 훼손지에 비해 특히 높게 나타났다. 나지의 경우 고도가 높아 귀화식물의 유입은 낮았지만, 일년초와 이년초의 비율이 높게 나타나 조사된 모든 유형의 훼손지는 천이 초기단계로 판단되었다. 훼손 유형별 군락을 서열화한 결과, Ⅰ축상의 복원지, 경작지, 초지, 벌채지 및 나지 순으로 나타나 훼손 유형별로 구분되어 배열되는 경향을 보였다. 또한 훼손 유형별 조사지와 참조생태계의 군락을 서열화한 결과, 종조성의 차이를 확인할 수 있었다. 이처럼 생태적 복원 절차에 따라 식생정보에 기초한 훼손 유형별 실태를 진단하고, 진단 결과와 함께 참조생태계와의 종조성의 차이를 확인함으로써 향후 복원 목표 및 복원 방향 설정의 기초자료로 활용하고자 한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classify the types of degraded areas of Mt. Jirisan section in Baekdudaegan and survey the actual condition of each damage type to use it as basic data for the direction of the restoration of damaged areas according to damage type based on the vegetation information of reference ecosystem. The analysis of the Mt. Jirisan section's actual degraded conditions showed that the total number of patches of degraded areas was 57, and the number of patches and size of degraded areas was higher at the low average altitude and gentle slope. Grasslands (deserted lands) and cultivated areas accounted for a high portion of the damage types, indicating that agricultural land use was a major damage factor. The survey on the conditions of 14 degraded areas showed that the types of damage were classified into the grassland, cultivated area, restoration area, logged-off land, and bare ground. The analysis of the degree of disturbance (the ratio of annual and biennial herb, urbanized index, and disturbance index) by each type showed that the simple single-layer vegetation structure mostly composed of the herbaceous and the degree of disturbance were high in the grassland and cultivated land. The double-layer vegetation structure appeared in the restoration area where the pine seedlings were planted, and the inflow of naturalized plants was especially high compared to other degraded areas due to disturbances caused by the restoration project and the nearby hiking trails. Although the inflow of naturalized plants was low because of high altitude in bare ground, the proportion of annual and biennial herb was high, indicating that all surveyed degraded areas were in early succession stages. The stand ordination by type of damage showed the restoration area on the I-axis, cultivated area, grassland, logged-off land, and bare ground in that order, indicating the arrangement by the damage type. Moreover, the stand ordination of the degraded areas and reference ecosystem based on floristic variation showed a clear difference in species composition. This study diagnosed the status of each damage type based on the reference ecosystem information according to the ecological restoration procedure and confirmed the difference in species composition between the diagnosis result and the reference ecosystem. These findings can be useful basic data for establishing the restoration goal and direction in the future.

KCI등재

7공주대학교 학술림(석장리동 일대)의 산림식생구조

저자 : 김호진 ( Ho-jin Kim ) , 송주현 ( Ju-hyeon Song ) , 이정은 ( Jung-eun Lee ) , 윤이슬 ( I-seul Yun ) , 윤충원 ( Chung-weon Yun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4권 6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588-603 (1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공주대학교 학술림(석장리동 일대)을 대상으로 효율적인 경영과 이용 및 관리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하여 산림식생구조를 파악하였다. 2019년 8월에 식물사회학적으로 식생조사를 하였으며, 60개소의 방형구를 설정하여 상관식생 유형분류와 중요치를 분석하고 현존식생도를 작성하였다. 상관식생유형분류 결과, 상수리나무군락, 소나무군락, 굴참나무군락, 리기다소나무군락, 졸참나무군락으로 구분되었으며, 평균상대중요치는 상수리나무군락에서 상수리나무 31.4%, 벚나무류 9.6%, 굴참나무 9.0% 순으로 나타났으며, 소나무군락은 소나무 24.9%, 상수리나무 12.4%, 졸참나무 11.5% 순으로 나타났다. 굴참나무군락은 굴참나무 25.3%, 벚나무류 9.8%, 상수리나무 8.5% 순으로 나타났으며, 리기다소나무군락은 리기다소나무 28.4%, 상수리나무 10.0%, 소나무 9.3% 순으로 나타났고, 졸참나무군락은 졸참나무 27.0%, 갈참나무 11.8%, 때죽나무 11.5% 순으로 나타났다. 산림식생의 공간분포 특성을 파악하기 위하여 상층 우점종에 의해 현존식생도를 작성한 결과, 자연식생이 87.5%로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었으며, 현존식생은 87개의 패치로 구분되었고, 패치당 평균면적은 1.46㏊로 나타났다.


The study investigated the forest vegetation structure of Kongju National University Forests in the vicinity of Seokjangri-dong to provide the information needed for efficient use and management. It conducted a Z-M phytosociological vegetation survey in 60 quadrate plots in August 2019 and generated the actual vegetation map by analyzing the physiognomic community classification and mean importance value. The physiognomic community classification showed five vegetation community types: Quercus acutissima community, Pinus densiflora community, Quercus variabilis community, Pinus rigida community, and Quercus serrata community. The relative importance value in the Q. acutissima community was 31.4% for Q. acutissima, 9.6% for Prunus spp., and 9.0% for Q. variabilis. In the P. densiflora community, it was 24.9% for P. densiflora, 12.4% for Q. acutissima, and 11.5% for Q. serrata. In the Q. variabilis community, it was 25.3% for Q. variabilis, 9.8% for Prunus spp., and 8.5% for Q. acutissima. In the P. rigida community, it was 28.4% for P. rigida 28.4%, 10.0% for Q. acutissima, and 9.3% for P. densiflora. In the Q. serrata community, it was 27.0% for Q. serrata, 11.3% for Q. aliena, and 11.5% for Styrax japonica. The actual vegetation map based on the uppermost dominant species to identify the forest vegetation's spatial distribution characteristics indicated that the natural vegetation covered the most with 87.5%, the number of vegetation patches was 87, and the average area per patch was 1.46㏊.

KCI등재

8산림생태계 보호구역에서 외래식물 분포 예측을 위한 최적 모형의 선발

저자 : 임치홍 ( Chi-hong Lim ) , 정성희 ( Song-hie Jung ) , 정수영 ( Su-young Jung ) , 김남신 ( Nam-shin Kim ) , 조용찬 ( Yong-chan Cho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4권 6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589-600 (1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효과적인 보호구역의 보전 관리를 위해서는 외래종의 정착 모니터링 및 확산 위험에 대한 저감 노력이 수반되어야 한다. 본 연구는 울진에 위치한 산림유전자원보호구역(2,274ha)에서 조사된 외래식물 분포 정보를 대상으로 활용도가 높은 세가지 종분포모형(Bioclim, GLM, MaxEnt)을 활용하여 외래식물의 잠재출현지역을 모의하였고, 모의 결과를 비교하여 지역적 지리 및 생태 관리 특성이 반영된 현실성 및 적합성 높은 종분포모형을 선발하였다. 분석에서 예측된 외래식물의 출현지역은 실제 분포와 같이 도로 같은 선형 경관 요소를 따라 분포하는 경향이었으며, 일부 벌채지가 포함되었다. 본 연구에서 적용한 각 모형의 예측력과 정확도를 통계적으로 비교한 결과, GLM과 MaxEnt 모형은 대체로 높은 예측력과 정확도를 보였지만, Bioclim 모형은 낮았다. Bioclim은 가장 넓은 면적을 출현예상지역으로 계산하였고, GLM, 그리고 MaxEnt 순으로 면적이 작았다. 모의 결과의 현상학적 검토에서는 GLM과 Bioclim 모형은 표본 수에 따라 예측력이 크게 영향을 받는 것으로 나타났고, 표본 수와 관계없이 가장 일관성 높은 모형은 MaxEnt로 평가되었다. 종합적으로, 본 연구에 사용된 모형 중 외래식물 분포 예측을 위한 최적 모형은 MaxEnt 모형인 것으로 판단되었다. 본 연구에서 제시한 정밀 생물종 분포 자료 기반의 모델 선발 접근 방식은 산림생태계 보호구역의 보전 관리 및 지역 특성이 반영된 현실적이고 정교한 모델 발굴 연구에 도움이 될 것이다.


Effective conservation and management of protected areas require monitoring the settlement of invasive alien species and reducing their dispersion capacity. We simulated the potential distribution of invasive alien plant species (IAPS) using three representative species distribution models (Bioclim, GLM, and MaxEnt) based on the IAPS distribution in the forest genetic resource reserve (2,274ha) in Uljin-gun, Korea. We then selected the realistic and suitable species distribution model that reflects the local region and ecological management characteristics based on the simulation results. The simulation predicted the tendency of the IAPS distributed along the linear landscape elements, such as roads, and including some forest harvested area. The statistical comparison of the prediction and accuracy of each model tested in this study showed that the GLM and MaxEnt models generally had high performance and accuracy compared to the Bioclim model. The Bioclim model calculated the largest potential distribution area, followed by GLM and MaxEnt in that order. The Phenomenological review of the simulation results showed that the sample size more significantly affected the GLM and Bioclim models, while the MaxEnt model was the most consistent regardless of the sample size. The optimal model overall for predicting the distribution of IAPS among the three models was the MaxEnt model. The model selection approach based on detailed flora distribution data presented in this study is expected to be useful for efficiently managing the conservation areas and identifying the realistic and precise species distribution model reflecting local characteristic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생물다양성협약(CBD)의 보호지역 관련 주요 논의 동향을 분석하고 2020 생물다양성목표(Aichi target-11)의 성취 정도에 대한 고찰을 통해, 우리나라의 보호지역 관련 Post-2020 국가 정책방향 및 목표 설정을 위한 시사점을 도출하고자 하였다. 생물다양성협약의 보호지역 관련 결정문으로는 1995년 채택된 2개의 결정문(Decision II/7, II/8)을 시작으로, 제7차 당사국총회(2004)에서 보호지역 관련 이상적인 청사진을 제시한 보호지역실행프로그램(PoWPA)을 채택(Decision VII/28) 하였다. 2010년에 보호지역 관련 핵심 이슈 10가지를 제시한 Decision X/31과 함께 “생물다양성 전략계획 2011-2020” 중 하나로 보호지역 관련 목표인 Aichi Target-11이 설정되었다. Aichi Target-11 성취 현황을 살펴보면 글로벌 차원에서 육상은 지구 토지면적의 15%, 해양의 7.4%가 보호지역으로 지정되어 있으며, 우리나라는 육상 16.63%, 해양 2.12%가 보호지역으로 지정되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효과적이고 공정한 관리, 생물다양성 및 생태계서비스에 중요한 지역보호, '기타 효과적인 지역기반 보전수단(OECMs)'을 밝혀내고 보호지역과 연계하는 것 등은 글로벌 목표 성취에 많이 미흡한 것으로 나타났다. Post-2020 글로벌 생물다양성프레임워크(Post-2020 GBF)의 초안을 살펴보면 1차 초안('20.1월)에서는 다단계의 목표를 제시하고 있는데, 2030년 까지 생물다양성에 있어 특별히 중요한 지역의 최소 60% 보호, 전체 육지 및 해양 지역의 최소 30% 보호, 이 중 최소 10%는 엄격한 보호(strict protection)를 목표로 제시하고 있다. 개정된 초안('20.8월)에서는 이를 간결하게 2030년 까지 전 지구의 최소 30%라는 하나의 양적 목표를 제시하고, 이들 지역이 “생물다양성 보전에 중요한 지역을 중심으로 효과적이며 잘 연결된 보호지역과 OECMs 시스템”을 통해 보호 및 보전되어야 한다는 질적 목표를 가미하였다. Post-2020 GBF의 보호지역 관련 목표와 우리나라의 현황 및 기 수립된 국가계획 내용 반영을 통한 국가 목표를 제안해 보면, 육상의 경우 국토면적의 30%, 해양의 경우 관할해역의 10% 정도로 설정하고 질적인 부분의 성취를 위한 세부 목표(sub-targets) 설정을 통해 성취 수단을 강화할 필요가 있을 것으로 판단된다.


This study aims to draw suggestions for establishing the Post-2020 national policy direction and goals related to protected areas in Korea by analyzing the trends of major discussion issues on protected areas in the Convention on Biological Diversity (CBD) and reviewing the achievement progress of the Aichi target-11. Regarding the CBD decisions on protected areas, two decisions (Decisions II/7 and II/8) were adopted in 1995, and then the Program of Work on Protected Areas (PoWPA), which presented an ideal blueprint for protected areas, was adopted at the 7th Conference of the Parties (COP) in 2004. At the 10th COP in 2010, the “Strategic Plan for Biodiversity 2011-2020 and the Aichi Biodiversity Target” (Decision X/2) was adopted along with the Decision X/31, which presented ten key issues related to protected areas. The global outcomes of the Aichi Target-11 include 15% of the earth's land area and 7.4% of the ocean being designated as protected areas. In Korea, 16.63% of the land and 2.12% of the ocean have been designated as protected areas. However, the outcomes of the effective and equitable management, protection of areas important to biodiversity and ecosystem services, and identifying “Other effective area-based conservation measures” (OECMs) and linking them with protected areas have been found to be significantly short of global goals. The first draft of the Post-2020 Global Biodiversity Framework (Post-2020 GBF) prepared in January 2020 presented multi-step objectives. They included protecting at least 60% of particularly important sites for biodiversity through protected areas and other effective area-based conservation measures, at least 30% of the entire land and sea areas, and at least 10% of them under strict protection by 2030. The Updated Zero drafted in August 2020 concisely set out one quantitative goal of at least 30% of the globe by 2030, adding qualitative goals that these areas should be protected and conserved through “well connected and effective system of protected areas and OECMs at least 30 % of the planet with the focus on areas particularly important for biodiversity.” Based on the draft Post-2020 GBF's targets related to protected areas and Korea's national targets reflecting the current state of Korea and established national plans, we suggest the national targets “to protect and conserve at least 30% of the land area and 10% of the marine area and to strengthen the means of qualitative achievement by establishing sub-targets through an effective system of protected areas and OECMs by 2030.”.

1
권호별 보기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 | | |
1연안해역에서 석유오염물질의 세균학적 분해에 관한 연구

(2006)홍길동 외 1명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해당 간행물 관심 구독기관

국립산림과학원(구 임업연구원) 부산대학교 공주대학교 국립생태원 경남과학기술대학교
 82
 60
 54
 53
 46
  • 1 국립산림과학원(구 임업연구원) (82건)
  • 2 부산대학교 (60건)
  • 3 공주대학교 (54건)
  • 4 국립생태원 (53건)
  • 5 경남과학기술대학교 (46건)
  • 6 강원대학교 (43건)
  • 7 서울대학교 (33건)
  • 8 목포대학교 (29건)
  • 9 환경부 (27건)
  • 10 동국대학교 (20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