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한국보험학회> 보험학회지

보험학회지 update

Korean Insurance Journal

  • : 한국보험학회
  • : 사회과학분야  >  경영학
  • : KCI등재
  • :
  • : 연속간행물
  • : 계간
  • : 1229-8611
  • :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1권0호(1964)~119권0호(2019) |수록논문 수 : 1,031
보험학회지
119권0호(2019년 07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산출방법서 내용의 약관 편입 여부와 설명의무에 관하여 : - 만기환급형 즉시연금에 관한 분쟁조정과 관련하여 -

저자 : 박세민 ( Semin Park )

발행기관 : 한국보험학회 간행물 : 보험학회지 119권 0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1-29 (2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만기환급형 즉시연금이란 고객이 목돈으로 한꺼번에 납입한 보험료에서 사업비와 위험보험료를 차감한 금액에 공시이율(또는 최저보증이율)로 운용해 생기는 수익(운용수익)을 정해진 기간마다 고객에게 연금으로 지급하고 만기가 되면 고객이 납입한 보험료 전액을 돌려주는 상품을 말한다. 보험사들은 만기 때 고객에게 약속한 납입 보험료 원금 전액을 돌려주기 위해 고객으로부터 수령한 보험료에서 예정사업비와 보장계약 보험료를 초기에 공제하면서 생긴 부족분을 채워야 하며 이를 위해 운용수익 일부를 만기보험금 지급 재원으로 적립하게 된다. 이는 모든 상품에서 공통적이고 본질적인 특성이다. 추가 차감 사실은 산출방법서에 기재되어 있다. 당사자의 권리와 의무 또는 보험금 규모에 관한 산출방법서의 이러한 내용은 당연히 약관의 일부가 된다. 산출방법서상의 계산방정식은 설명의무의 대상이 아니라는 것이 대법원의 입장이다. 추가 차감사실은 가입설계서상의 예시표를 통해 가입자에게 그 내용이 전달된 것으로 해석해야 한다. 만약 소비자 보호를 위해 설명의무 위반으로 손해배상 법리를 적용한다면 최저보증이율을 적용했을 때를 가정한 가입설계서상의 예시표에 기재된 금액을 기준으로 고객이 실제로 받은 생존연금액과의 차액을 손해배상하는 것으로 해결되어야 할 것이다.


An immediate annuity with refund at maturity is an insurance product that is purchased by a lump sum payment of insurance premium. It provides a regular payment of endowment amount which is generated by operating the fund with the above payment after deducting a business expense and a risk premium. And once the policy matures, the lump-sum amount of the original premium is paid by the insurance company to the policy-holder at once. To pay the same amount of original premium back to the policy holder at the maturity date, it is naturally required to fill in the deficit generated by initially deducting the expected business expenses and insurance premiums. For this, insurance companies reserve a part of the profit from the operation as the maturity refund reserve. This is a common and essential characteristic of this kind of all insurance products. Such additional deduction is stated in the methods of calculating insurance premiums and the liability reserves. The rights and obligations of the insurance contracting party and the aforementioned information in the methods of calculating insurance premiums and the liability reserves are, of course, parts of the insurance policy. The supreme court states that the output equation from the methods of calculating insurance premiums and the liability reserves are not mandatory subjects of explanation. It ishould be interpreted that the additional deduction has been already described to the buyer through examples stated in the insurance policy. If a question of compensation arising out of the infringement of the duty to explain is applied, it should be resolved by reimbursing the difference between the actual amount paid to the policy holder and the amount, calculated with guaranteed minimum interest rate, in an example stated in the insurance policy.

KCI등재

2눔프(Not-Out-Of-My-Pocket)현상 진단과 인구고령화에 따른 공사보험의 역할에 대한 시사점

저자 : 김대환 ( Daehwan Kim ) , 이봉주 ( Bong-joo Lee )

발행기관 : 한국보험학회 간행물 : 보험학회지 119권 0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33-67 (3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재정패널조사의 5차(2012년)~7차(2014년) 자료를 활용해 계층별 눔프현상을 진단하고, 통계청의 장기인구추계를 활용해 장기적인 눔프지수를 추계하였다. 분석 결과, 전체 분석 대상 중 98% 이상에서 눔프현상이 발생하고 있어, 우리나라에 눔프현상이 매우 만연하다는 것이 확인되었다. 계층별로는 연령이 증가 할수록, 저학력인 경우, 저소득일수록, 자산이 작을수록, 무직인 경우, 근로자 중에서는 임금근로자보다는 자영업자가, 배우자가 없는 경우, 자녀의 수가 많을수록 눔프현상이 확대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연령계층별로 세분하여 분석한 결과, 20~40대 간에는 눔프현상의 차이는 없었으나 50~64세의 경우 젊은 계층에 비해 복지확대의 필요성을 강조하지만 추가적인 세금부담의 의향정도는 젊은층과 차이가 없었다. 반면 65세 이상 고령층의 경우 젊은 계층에 비해 복지확대 필요성을 강조하는 반면 추가적으로 세금을 부담할 의향은 낮아져 눔프현상이 매우 강하게 표출되었다.
연령계층별 눔프지수를 개발하여 통계청의 장기인구추계에 적용한 결과, 2015년 2.34인 눔프지수는 2050년 3.6으로 확대되는 것으로 추계되었다. 인구고령화는 그 자체로도 정부재정 및 경제성장에 부담으로 작용하는데, 눔프현상이 강한 고령자 계층의 비중이 확대될 경우 인구고령화가 경제성장과 사회보험 재정에 미치는 부정적 영향은 더욱 가중될 것으로 예상된다. 그러므로 복지에는 증세가 필요하다는 정부의 확고한 자세가 요망되며, 나아가 복지예산의 상당부분을 차지하는 사회보험과 함께 민영보험을 활용한 자조노력을 통해 스스로 노후를 준비할 수 있는 유인책을 마련하는 것도 중요하겠다.


Utilizing data from 5th(2012) to 7th(2014) of the National Survey of Tax and Benefit, this study examined the NOOMP(Not-Out-Of-My-Pocket) phenomenon and attempted to estimate the long-term NOOMP index.
Findings confirmed that the phenomenon of NOOMP is very prevalent in Korea in that the NOOMP phenomenon observed in more than 98% of the total analysis subjects. It was more pronounced with the elderly, the low-educated the unemployed, the self-employed, and those with low-income, few assets, fewer family numbers, and more children. In particular, little difference was found between the ages of the 20s and 40s while the age of 50-64 emphasized the necessity of welfare expansion compared to the younger age. On the other hand, the elderly aged 65 and over emphasized the necessity of welfare expansion compared to the younger generation while their intention to bear tax burden was low. The NOOMP phenomenon was most prevalent among the old.
The NOOMP index developed by age group was applied to the long-term population estimate of the National Statistical Office. It is projected to increase to 3.6 in 2050 from 2.34 in 2015. The aging of the population itself is also a burden on the government's finances and economic growth. If the proportion of the elderly with a strong NOOMP propensity increases, the government finances and economic growth could be even worse. Thus, government needs to maintain the firm stance that more taxes are indispensible requisite for increasing welfare level. In addition to the public insurance accounting for a large part of the government welfare budget, hence, it also becomes increasingly important to provide policy incentives for utilizing private insurance vehicles to supplement the induced self-efforts for ageing preparation.

KCI등재

3사용자의 퇴직연금상품 제공개수가 가입자의 선택에 미치는 영향 분석

저자 : 이경희 ( Kyonghee Lee ) , 송인욱 ( Inwook Song )

발행기관 : 한국보험학회 간행물 : 보험학회지 119권 0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67-94 (2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고는 확정기여형제도를 운영하는 사용자가 라인업(line-up)한 상품개수가 가입자의 선택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였다. 분석 데이터는 2개 퇴직연금사업자로부터 입수한 467개 사업체 소속27,934명의 운용관리 기록이다. 467개 사업체의 사용자가 평균 443개 상품을 라인업 하였음에도 불구하고, 가입자는 4.38개(원리금보장형 1.15개, 실적배당형 3.23개)만 선택하였다. 원리금보장 형만 선택한 그룹은 1.4개, 원리금보장형과 실적배당형 모두 선택한 그룹은 9.8개, 실적배당형만 선택한 그룹은 2.7개를 선택하였다. 회귀분석 결과, 제공하는 상품개수가 선택한 상품개수에 영향을 주는 메뉴 효과(menu effect)가 통계적으로 유의하지만, 그 크기는 매우 작은 것으로 나타났다. 사용자가 라인업 상품개수를 100개 늘리면 가입자는 단지 0.55개만 활용하는데, 이는 가입자의 선택상품 1개를 늘리기 위해 추가적으로 180여개 상품을 더 제공해야 함을 의미한다. 본 연구 결과는 가입자가 선택할 수 있는 투자옵션의 개수를 늘리는 것보다 상품특성에 대해 인지한 상태에서 선택할 수 있도록 메뉴 설계를 구조화하는 것이 더 필요함을 시사한다.


This paper is to investigate the menu effect in defined contribution plans. Using a cross section data of 27,934 individuals participated in 463 employers, we study how participants choose financial products given the line-up investment options. Typically, individuals choose in fewer than five products (principal-guaranteed type 1.15, risky product type 3.23). Participants with both principal-guaranteed and risky type choose more products (9.8) than individuals only principal-guaranteed chosen (1.4) and only risky type chosen (2.7). Although the size is very small (estimated coefficient: 0.0055), we find the significant plan menu effect. Participants tend to choose in more products when there are more products available, however, individuals use only 1 additional products for every 180 additional products available. Our results imply that the menu design is more important rather than increasing the number of line-up products to make effective choices.

KCI등재

4손해보험사의 재보험료 산출을 위한 손해분포의 적합

저자 : 박상균 ( Sangkyun Park ) , 송성주 ( Seongjoo Song )

발행기관 : 한국보험학회 간행물 : 보험학회지 119권 0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101-143 (4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논문에서는 손해보험사의 다양한 보험종목 손해액의 개별적인 특성을 고려하면서 동시에 그들 사이에 존재하는 의존성을 반영하여 손해액의 합에 대한 결합 재보험료를 산출하고자 하였다. 의존성 반영을 위해 코퓰라 함수를 이용하였고, 각 보험종목 손해액에 대한 주변분포로는 normal inverse Gaussian 분포와 일반화 파레토분포, 와이블 분포를 사용하였다. 모의실험과 삼성화재, 현대해상의 월별 손해액 자료를 통해 단일 보험종목 재보험료 산출결과를 살펴보고, 삼성화재와 현대해상 자료에 대한 다변량 분포를 적합하여 재보험료를 산출하였다. 보험종목 간의 의존성을 고려한 경우 재보험료가 크게 추정되었으며, 두꺼운 꼬리를 잘 설명할 수 있는 일반화 파레토분포와 normal inverse Gaussian 분포를 사용하였을 때 정규분포나 와이불 분포를 사용했을 때에 비해 높은 재보험료가 얻어졌다. Normal inverse Gaussian 분포는 일변량 손해액 자료에 높은 적합도를 보이면서 일반화 파레토분포와 크게 다르지 않는 재보험료를 산출하고 있으며, 일반화 파레토분포와 달리 임계치를 따로 설정할 필요가 없고 수치적분도 상대적으로 빠르게 수행되어 보다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었다.


In this paper, we calculate the reinsurance premiums on the sum of several insurance lines for non-life insurance companies considering the dependency among loss amounts of lines as well as their individual characteristics. We try several copula functions to reflect the dependency among loss amounts, and apply normal inverse Gaussian distribution, generalized Pareto distribution, and Weibull distribution for the marginal distribution of the monthly loss amount of each insurance field. Through simulation studies and real data analysis with loss amounts from Samsung Fire&Marine Insurance and Hyundai Insurace, we calculate the reinsurance premiums for individual insurance field. Also, we calculate enterprise-wide reinsurance premiums by fitting multivariate distributions to monthly losses from Samsung Fire&Marine Insurance and Hyundai Insurace.
When we take into account the dependence structure among different insurance fields, reinsurance premiums were calculated greater compared to those based on the independence assumption. Moreover, the generalized Pareto distribution and the normal inverse Gaussian distribution provided larger premiums than the normal or Weibull distribution when they were used as marginal loss distribution . The normal inverse Gaussian distribution yields a good fit to the marginal loss data and produces premiums that do not differ significantly from the generalized Pareto distribution. Unlike the generalized Pareto distribution, there is no need to set a threshold value, which makes it more convenient to use.

1
권호별 보기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 | | |
1연안해역에서 석유오염물질의 세균학적 분해에 관한 연구

(2006)홍길동 외 1명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해당 간행물 관심 구독기관

성균관대학교 대경대학교 서울대학교 연세대학교 금융감독원
 27
 23
 19
 13
 13
  • 1 성균관대학교 (27건)
  • 2 대경대학교 (23건)
  • 3 서울대학교 (19건)
  • 4 연세대학교 (13건)
  • 5 금융감독원 (13건)
  • 6 경희대학교 (13건)
  • 7 고려대학교 (12건)
  • 8 신라대학교 (12건)
  • 9 이화여자대학교 (11건)
  • 10 건강보험심사평가원 (11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