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정보통신정책학회> 정보통신정책연구

정보통신정책연구 update

Korean Telecommunications Policy Review

  • : 정보통신정책학회
  • : 사회과학분야  >  경제학
  • : KCI등재
  • :
  • : 연속간행물
  • : 계간
  • : 1229-5981
  • :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1권1호(1994)~27권4호(2020) |수록논문 수 : 449
정보통신정책연구
27권4호(2020년 12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Media Bias with Digital Intermediary

저자 : Sangwoo Yang

발행기관 : 정보통신정책학회 간행물 : 정보통신정책연구 27권 4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23 (2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This paper develops a location model of media bias in the market for news with a digital intermediary that uses news items as a loss leader for its platform. In the model, media quality is defined as an ability that increases the consumers”utility in interpreting information by better delivering information through news, independent of media bias. The model shows that the digital intermediary minimizes the bias gap between media outlets when its quality is higher than media outlets and maximizes or keeps constant the bias gap otherwise. If the digital intermediary tolerates a decrease in profit, it can maximize or keep constant the bias gap even when its quality is higher than media outlets. Furthermore, the higher its quality relative to media outlets, the lower the media bias adjustment cost.

KCI등재

2가짜뉴스의 형식적·내용적 특징과 여론 형성력: 가짜뉴스가 가지고 있는 위험요소에 대한 실증적 분석을 바탕으로

저자 : 표시영 ( Siyoung Pyo ) , 정지영 ( Jiyeong Jeong )

발행기관 : 정보통신정책학회 간행물 : 정보통신정책연구 27권 4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25-62 (3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공공의 이익인 사회적 법익을 침해하며, 미등록의 비언론사인 동시에, 허위정보를 의도성을 가지고 생산 및 배포하는 저널리즘 양식의 가짜뉴스' 콘텐츠의 형식적·내용적 도식과 여론 형성력을 분석했다. 그 결과, 89개의 분석대상 콘텐츠 중 91%에서 '언론인 출신 혹은 관련 전문가'를 활용하여 진행하고 있었고, 형식은 전통적인 언론보도와 매우 유사한 형태를 보이고 있었다. 89개의 콘텐츠는 모두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고 있었는데, 최초보도에서는 대체로 이를 명백하고 단언적으로 보도한 반면, 그 외의 콘텐츠에서는 주로 간접적으로 허위의 사실로 유도하는 형태로 보도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차이를 보였다. 또한 대체로 '주제적 프레임'을 사용하여 심층성을 높이고자 하였고, 뉴스 프레임은 가짜뉴스 특성상 '의혹/고발' 프레임이 과반수를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나아가 '불안', '분노' 정서가 많았고, 이를 '단일관점'에서 '부정적' 논조를 활용하여 다소 강하게 보도함으로써, 이용자에 대한 설득 효과를 높이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더불어 89개의 콘텐츠 중 정보원이 있는 경우는 52.8%에 불과했고, 이마저도 출처를 밝히는 경우는 전체의 18%밖에 되지 않았다. 이를 바탕으로 대부분의 가짜뉴스의 형식적 · 내용적 도식 특징이 이용자로 하여금 진실로 인식하거나 동조하는 태도를 형성할 수 있는 위험요소를 포함하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따라서 '법제도의 사각지대에 있으면서 협의의 범주에 해당하는 가짜뉴스'에 대한 실효성 있는 대응이 필요하다고 보인다. 이를 바탕으로, 본 연구는 위에서 논의한 대응 필요성이 있는 가짜뉴스 콘텐츠에 대한 방안을 크게 가짜뉴스 가이드라인 보완, 생산자 및 유통자에 대한 자율규제강화, 그리고 이용자의 미디어 리터러시 교육으로 분류하여 논함으로써, 정책적 대응뿐만 아니라 이용자 스스로 자생력을 키울 수 있는 장기적 차원의 대응방안을 제시하였다.


This study analyzes the formal and content schema of 'fake news in media coverage that infringe on public interest and distribute false information with intent,' and implications for public opinion formation. Analyzing 89 news items that disseminated false information, 91% were found to have been carried out by 'former journalists or related experts,' and their format was similar to that of traditional media news. Most of the 89 news items reported false information clearly and assertively, while some alluded to false information indirectly. Fake news items generally aimed to increase depth by using subjective 'topic frames,' and more than one-half of them utilized 'suspicion/accusation' frames. The news items expressed 'anxiety' and 'anger' sentiments, and increased their persuasiveness among viewers by using 'negative' arguments from a 'single point of view.' As few as 52.8% of the news items cited information sources, and only 18% actually revealed their sources. These findings show that the formal and content schemas of most fake news contain risk factors for the formation of public opinion. Effective countermeasures are thus needed to address the regulatory blind spot represented by fake news. This study enumerates a three-pronged response, consisting of the adoption of supplementary fake-news guidelines, strengthening of self-regulation of producers and distributors, and enhancing of users' media literacy. Long-term responses also entail enhancing users' self-reliance with respect to identifying fake news.

KCI등재

3지역방송사간 통합을 통한 광역화의 성과에 대한 실증연구: 규모의 경제효과 추정을 중심으로

저자 : 변상규 ( Sangkyu Byun )

발행기관 : 정보통신정책학회 간행물 : 정보통신정책연구 27권 4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63-93 (3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중앙집중화가 심한 우리나라에서 지역방송은 지역성을 구현하는 공공재로 인정받아 왔다. 그런데 매체 환경의 극심한 변화로 인해 지역방송의 재원구조가 악화되고 있고, 이를 극복하기 위한 자구책으로 지역사간 통합이 추진되었다. 규모의 경제효과를 도모하기 위한 시도였지만, 아직 성과를 실증한 사례는 많지 않다. 지금도 통합은 계속 모색되고 있으므로, 통합의 효과에 대한 객관적인 분석이 필요한 시점이다.
본 논문에서는 비용함수와 비용배분식으로 구성된 연립방정식을 이용하여 규모의 경제효과를 분석하였다. 그리하여 우리나라 지상파방송사업에서 그 효과가 상당한 수준까지 존재함을 실증하였다. 그러나 우리나라 인구 규모의 한계로 인해 효과가 충분히 발휘될 수 없는 상황이며, 권역이 좁은 지역방송은 더욱 구현하기가 어렵다. 그리고 지역사간 통합은 원론적인 기대에도 불구하고, 실제로는 사례마다 성과에 차이가 있음을 확인하였다. 그리고 분석 결과를 토대로 몇 가지 정책적 시사점들을 제안하였다.


In Korea, a highly centralized country, local broadcasting is recognized as a public good enhancing localization. In view of large-scale changes in the media environment, however, consolidation among some local operators has been promoted as the means to promote economies of scale and overcome financial crisis in local broadcasting. Nevertheless, few studies have empirically evaluated these effects. Since consolidation will continue with all likelihood in the future, it is timely to conduct an objective analysis of the effectiveness of consolidation.
This study analyzes the economic effects of scale using a system of equations composed of a cost function and three cost allocation functions. Those effects are confirmed to be considerable in the terrestrial broadcasting market. However, due to the small population size of Korea, economies of scale do not operate fully and, furthermore, are difficult to attain by local broadcasters with narrow coverage. In addition, while consolidation among local operators is fruitful in principle, in practice its success varies case by case. Based on these findings, several policy implications are drawn.

KCI등재

4Understanding Innovative Investment: Intangible Investment and R&D Expenditures of Korean Firms

저자 : Hyuk Chung

발행기관 : 정보통신정책학회 간행물 : 정보통신정책연구 27권 4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95-127 (3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This study examines firms' propensity for innovative investment, such as intangible investment and R&D expenditures, by using rich panel data of Korean firms from the Survey of Business Activities. This topic has not been documented as much as the contribution of innovative investment to economic performance. The dynamic random effects probit estimations show not only that firms' propensity for intangible investment is persistent and dependent on firms' characteristics, but also that the dependence on firms' factors varies across sectors. On the one hand, estimations show that the propensity for intangible investment is complementary with internal R&D expenditures, except among ICT manufacturing firms. Among intellectual property rights, patents (trademarks) are positively associated with intangible investment in the non-ICT manufacturing (service) sector. In general, firms' affiliation with a parent company, or their status as listing companies, affects firms' propensity for intangible investment positively. On the other hand, firms' propensity for R&D expenditures exhibits stronger persistence than that for intangible investment. Non-ICT manufacturing firms exhibit the strongest persistence of R&D expenditures. While intangible investment is associated positively with propensity for R&D, patent rights are the only intellectual property rights showing positive connection to R&D expenditures. This effect is clearest among ICT manufacturing firms. In conclusion, this study contributes toward a better understanding of Korean firms' innovative investment by highlighting the role of firm-level characteristics, but also by demonstrating the heterogeneity of factors across sectors.

1
권호별 보기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 | | |
1연안해역에서 석유오염물질의 세균학적 분해에 관한 연구

(2006)홍길동 외 1명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해당 간행물 관심 구독기관

연세대학교 고려대학교 중부대학교 서울대학교 한양대학교
 61
 51
 46
 42
 34
  • 1 연세대학교 (61건)
  • 2 고려대학교 (51건)
  • 3 중부대학교 (46건)
  • 4 서울대학교 (42건)
  • 5 한양대학교 (34건)
  • 6 이화여자대학교 (27건)
  • 7 선문대학교 (27건)
  • 8 숙명여자대학교 (27건)
  • 9 명지대학교 (25건)
  • 10 동국대학교 (24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