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한국어류학회> 한국어류학회지

한국어류학회지 update

Korean Journal of Ichthgology

  • : 한국어류학회
  • : 수해양분야  >  수산생물학
  • : KCI등재
  • :
  • : 연속간행물
  • : 계간
  • : 1225-8598
  • : 2288-3371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1권1호(1989)~30권1호(2018) |수록논문 수 : 1,309
한국어류학회지
30권1호(2018년 03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염분변화에 따른 넙치 (Paralichthys olivaceus)의 스트레스 반응

저자 : 박형준 ( Hyung-jun Park ) , 민병화 ( Byung-hwa Min )

발행기관 : 한국어류학회 간행물 : 한국어류학회지 30권 1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1-8 (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스트레스를 유발하는 환경적인 요소 중, 염분의 변화는 어류의 성장과 생존에 있어 많은 영향을 미친다. 본 연구에서는 한국의 양식대상 어종인 넙치 (P. olivaceus)를 대상으로 넙치양식에 있어 적정 염분범위를 구명하기 위하여 각 염분별(25, 20, 15 psu 및 10 psu) 조건을 통해 24시간 및 48시간 동안 노출시킨 후, 혈액생리학적 분석 및 HSP70 mRNA 발현을 조사하였다. 혈액학적 분석에서 hematocrit (Ht) 및 hemoglobin (Hb), 혈장 코티졸 (cortisol) 및 글루코스 (glucose)의 변화, aspartate aminotransferase (AST) 및 alanine aminotransferase (ALT), Na+, K+, Cl-, NH3, 삼투질농도 (osmolality) 및 총 단백질 (total protein, TP)는 저염분 조건인 10 psu 및 15 psu에서 다른 염분별 실험구에 비해 대부분의 항목에서 유의적인 차이를 보였다. 혈장 내 SOD(superoxide dismutase) 및 CAT (catalase)활성에서도 마찬가지로 대조구인 자연해수의 조건보다 저염분 (10 psu 및 15 psu)으로 갈수록 증가하는 경향을 보였다. 스트레스성 단백질로 알려진 HSP 70 mRNA 발현에서도 대조구보다 저염분에서 유의적인 차이를 확인하였다. 이러한 결과로, 염분변화에 의한 스트레스가 넙치의 생체방어메커니즘과 항상성 유지를 위한 결과로 혈액학적 반응, 호르몬의 분비 및 단백질 발현의 증가가 나타나는 것으로 여겨지며, 이를 바탕으로 저염분에 대비한 넙치양식에 있어 기초적인 자료로 활용될 것이 기대된다.


We tried to determine the optimum salinity for a cultured of olive flounder (Paralichthys olivaceus) by investigating after exposing the fish at different salinity (10, 15, 20 and 25 psu) for 24 and 48 hours compared with control group (fish before transfer to experimental tank). As a control groups, we compared an analyzed with other experimental groups using olive flounder in natural sea water. Hematological parameters including hematocrit (Ht) and hemoglobin (Hb), cortisol and glucose, aspartate aminotransferase (AST) and alanine aminotransferase (ALT), NH3, osmolality, total protein (TP), Na+, K+ and Cl- mostly exhibited significant changes at 10 and 15 psu groups compared with control groups for 24 and 48 hours exposed. Plasma SOD (superoxide dismutase) and CAT (catalase) activity also increased with experimental groups (10 and 15 psu) compared to the control groups. The expression of HSP70 mRNA was also higher at low-salinity (10 and 15 psu) than at control group. In particular, after 24 hours exposed, it expression to 15 psu groups showed a significant difference compared to the control group. However, after 48 hours exposed, it expression was higher in the 10 psu groups than the control. It is assumed that the changes in the hematological responses and hormone, homeostasis and metabolism were resulted in to protect fish body from stress. Based on these results, we are expected that it will be used as basic data for the culture of olive flounder prepared for low salinity.

KCI등재

2겨울철 산란하는 대구, 꼼치, 노래미 전기 자어의 발달 비교

저자 : 신민규 ( Min Gyu Shin ) , 이소광 ( So-gwang Lee ) , 이정태 ( Jeong-tae Lee ) , 곽우석 ( Woo-

발행기관 : 한국어류학회 간행물 : 한국어류학회지 30권 1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9-17 (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겨울철 환경에 대한 초기 적응을 조사하기 위해 대구 (Gadus macrocephalus), 꼼치 (Liparis tanakae), 노래미 (Hexagrammos agrammus) 자어의 부화 직후와 첫 섭식 시 외부형태, 소화기관, 유영능력의 발달을 확인하였으며, 다른 계절에 부화하는 어종과 비교하였다. 평균 전장 (±SD)은 대구 4.35±0.11 mm, 꼼치 5.26±0.08 mm, 노래미 7.48±0.35mm로 부화 시 다른 계절 부화자어에 비하여 컸으며, 세 어종 모두 초기소화기관을 갖춘 후 부화하여 다른 계절 부화자어에 비해 초기소화기관 확립시기가 빨랐다. 대구, 꼼치, 노래미의 첫 섭식 시기가 부화 후 3일, 2일, 0일이었고, 난황을 갖고 있는 기간이 5일 이상으로 다른 계절에 부화하는 자어에 비해 혼합섭이기간이 비교적 길었다. 이 3종 자어의 유영능력은 다른 계절 부화자어에 비해 순항유영속도와 돌진유영속도 모두 부화 직후부터 빨랐다. 이러한 특징들은 자어가 생존하기 어려운 겨울철 환경에 대한 자연선택 및 환경적응의 결과로 생각된다.


This study investigated how the larvae of three winter-spawning fishes are adapted in a cold water environment by examining the morphology, digestive system, and swimming ability of larvae from three winter-spawning species (Gadus macrocephalus, Liparis tanakae, Hexagrammos agrammus). Data were collected at hatching and first feeding. The results were compared with repored data on several non-winter-spawning species. Mean total lengths at hatching (±SD) were 4.35±0.11 mm, 5.26±0.08 mm, and 7.48±0.35 mm for G. macrocephalus, L. tanakae, and H. agrammus, respectively. Three winter-spawning fishes had well-developed digestive tracts after hatching than those of non-winter-spawning fish larvae. Yolks were intact until 5 days post-hatching in all three species, indicating that they had longer mixed-feeding periods compared with fishes spawned during other seasons. G. macrocephalus, L. tanakae, and H. agrammus larvae had superior cruise and burst speeds (measures of swimming ability) than non-winter-spawning larvae. We conclude that the unique characteristics of these three winter-spawning species are naturally selected adaptations under lower water temperature in winter.

KCI등재

3한반도에 출현하는 대황어 Tribolodon brandtii의 난 발생 및 초기생활사

저자 : 최성국 ( Sung Kook Choi ) , 홍양기 ( Yang-ki Hong ) , 송선화 ( Sun-hwa Song ) , 김경환 ( Kye

발행기관 : 한국어류학회 간행물 : 한국어류학회지 30권 1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18-26 (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한반도에 출현하는 대황어 Tribolodon brandtii의 난 발생과 초기생활사를 연구하였다. 수정란은 난황이 황색이며, 약한 점착성을 가지는 구형의 침성란으로 평균크기는 2.4±0.2mm이었다. 수온 20±1℃에서 부화 50%를 기준으로 60시간에 부화가 완성되었으며, 부화 직후 자어의 크기는 6.4±0.4 mm이었다. 부화 10일 후 전장 11.7±0.2 mm으로 성장하였고, 난황이 거의 흡수되었다. 부화 46일 후에는 전장 19.6±2.7 mm로 성장하였고, 모든 지느러미 기조가 정수에 도달하였다. 부화 125일 후에는 전장 54.9±15.8 mm로 성장하였고, 성어와 형태가 유사하였으며, 부화 236일 후에는 전장 62.2±17.1mm로 성장 하였고, 체색이 성어와 유사하였다.


We investigated to egg development and early life history of Tribolodon brandtii in the Korean peninsula. The fertilized eggs of the T. brandtii were slightly adhesive and separated with a yellow yolk and no oil globule, and they was an average of 2.4±0.2 mm in diameter. The hatching of the embryo took place in about 60 hrs after fertilization under water temperature of 20±1°C and the newly hatched larvae were average 6.4±0.4 mm in total length. At 10 days after hatching, they were average 11.7±0.2 mm in total length and their yolk sac were completely absorbed. At 46 days after hatching, they became to juvenile stage and reached 19.6±2.7 mm in total length and all their fin rays were formed. At 125 days after hatching, the juvenile were 54.9±15.8 mm in total length and their body shape were similar to the adult fish. At 236 days after hatching, they fish were 54.9±15.8 mm in total length and their body color were similar to the adult fish.

KCI등재

4한국고유종 동방종개 Iksookimia yongdokensis (Pisces: Cobitidae)의 활동주기 및 섭식생태

저자 : 고명훈 ( Myeong-hun Ko ) , 김효진 ( Hyo-jin Kim ) , 명라연 ( Ra-yeon Myung ) , 원용진 ( Yong

발행기관 : 한국어류학회 간행물 : 한국어류학회지 30권 1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27-35 (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한국고유종 동방종개 Iksookimia yongdokensis의 행동주기와 섭식생태를 밝히기 위해 2015년부터 2016년까지 경상북도 축산천과 곡강천에서 조사를 실시하였다. 동방종개는 수온이 10°C 이상 되는 3월부터 11월까지 돌과 자갈, 모래 바닥에서 나와 활동하였지만, 10°C 이하가 되는 12월부터 이듬해 2월까지는 기질 속으로 파고 들어가 월동하였다. 하루 중에는 오전 9시부터 오후 15시까지 활발한 활동과 높은 섭식량을 보였다. 동방종개는 주로 돌 표면이나 돌 틈, 모래 표층에서 여과섭식을 하였다. 소화관 내용물을 상대중요성지수 (IRI)로 분석한 결과, 깔다구과 (Chironomidae, 54.7%)와 새각목 (Branchiopoda, 10.1%), 윤충강 (Rotatoria, 8.7%), 꽃병벌레과 (Arcellidae, 8.6%), 녹조강 (Chlorophyceae, 6.5%), 규조강(Bacillariophyceae, 5.1%) 등의 순서로 높게 나타났다. 당년생치어는 먹이 크기가 작은 윤충강과 새각목, 꽃병벌레과 등을 많이 섭식하였으나 성장하면서 먹이 크기가 큰 깔다구과와 하루살이목 (Ephemeroptera)을 주로 섭식하여 먹이전환을 보였다.


The activity period and feeding ecology of the Iksookimia yongdokensis were investigated to obtain baseline data for its ecological characteristics in the Chuksan Stream and Gokgang Stream, Gyeongsangbuk-do, Korea from 2015 to 2016. I. yongdokensis were active on cobble, pebble and sand bottom from March to November when the water temperature exceeded 10°C, but tended to overwinter in cobble and pebble during the winter months (December~February) when the water temperature was lower than 10°C. During the day from 9 am to 15 pm, individuals of I. yongdokensis were highly active with a high rate of food consumption. I. yongdokensis activley fed on the surface of stone, pebble and sand as a filter feeder. Their main food sources analyzed with an index of relative importance (IRI) include Chironomidae (54.7%), Branchiopoda (10.1%), Rotatoria (8.7%), Arcellidae (8.6%), Chlorophyceae (6.5%) and Bacillariophyceae (5.1%). Juveniles of I. yongdokensis (total length 20~39 mm) fed on small-sized preys such as Rotatoria, Branchiopoda and Arcellidae, but they exhibited a transition in their prey-size markedly dominated by large-sized preys such as Chironomidae and Ephemeroptera as they grow.

KCI등재

5동해 후포 연안 어류상의 수심별 차이

저자 : 이충일 ( Chung Il Lee ) , 정해근 ( Hea Kun Jung ) , 권순만 ( Soon Man Kwon ) , 한문희 ( Moon

발행기관 : 한국어류학회 간행물 : 한국어류학회지 30권 1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36-45 (1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동해 중부 후포 연안에 서식하는 어류 군집의 계절 및 수심에 따른 차이를 분석하였다. 연구에 사용된 어류 시료는 2011년과 2017년 사이에 계절별로 저층자망과 삼중자망을 이용하여 채집하였다. 총 17과에 속하는 46종의 어류가 채집되었고, 정점 A(수심 약 80 m)에서 36종, 정점 B (수심 약 140 m)에서는 22종이 채집되었다. 현존량에서 우점종은 기름가자미 (Glyptocephalus stelleri), 용가자미 (Cleisthenes pinetorum), 대구횟대 (Gymnocanthus herzensteini), 고무꺽정이 (Dasycottus setiger) 였는데, 전자의 3종은 얕은 수심 (정점A)에서 더 많이 채집되었고, 후자 1종은 깊은 수심 (정점 B)에서 현존량이 더 높았다. 조사해역 어류 군집의 종수, 현존량, 생체량, 종다양도는 수심에 따라 변하였지만, 시간 (계절 또는 연도)에 따라 유의한 차이는 없었다. ANOSIM (Analysis of similarity) 결과 또한 어류 군집 구조는 수심에 따라 차이가 유의하였지만, 연도 또는 계절에 따라 유의한 차이가 없는 것으로 보여주었다. nMDS (Non-metric multidimensional scaling) 결과는 이러한 군집 구조가 시각적으로 뚜렷이 구분되었고, 이러한 구분은 수심과 수온 차이에 따른 우점종의 공간분포 차이 때문으로 설명할 수 있었다.


The temporal and depth-related variations in the species composition and abundance of demersal fish assemblage were studied in the coastal waters off Hupo, East Sea. Fish samples were collected seasonally between 2011 and 2017 at two stations of study area using trammel net and bottom gill net. In total, 46 fish species belonging to 17 families were collected during study period, with 36 and 22 species occurring in depths of ~80 m (site A) and ~140 m (site B), respectively. Glyptocephalus stelleri, Cleisthenes pinetorum and Gymnocanthus herzensteini were abundant at shallower site, and Dasycottus setiger at deeper site. The number of species, abundance, biomass and diversity fluctuated with water depth, but not temporally (both seasonally and annually). Analysis of similarity (ANOSIM) revealed that the fish assemblage structures were significantly different with water depth, but not by year or season. Non-metric multidimensional scaling (MDS) ordination plot emphasized visually in spatial difference of fish assemblages, and it was due to differential contributions of dominant species in relation to water depth and temperature.

KCI등재

6멸종위기어류 미호종개 Cobitis choii (Pisces: Cobitidae)의 서식지 특징과 연령추정

저자 : 고명훈 ( Myeong-hun Ko ) , 방인철 ( In-chul Bang )

발행기관 : 한국어류학회 간행물 : 한국어류학회지 30권 1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46-54 (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멸종위기어류인 미호종개 Cobitis choii의 서식지 특성과 연령 등의 생태적 특징을 밝혀 보전학적으로 활용하기 위하여 2011년 금강 지류인 지천에서 조사를 실시하였다. 미호종개의 서식지는 하류부의 모래톱이 형성된 지역으로, 모래 입자 크기는 대부분 0.21~1.18mm(88.7%)로 작은 편이었다. 치어는 수심이 5~20 cm로 낮고 유속은 0~15 cm/sec로 느린 곳에 주로 서식하고 있었지만, 1년생과 2년생, 3년생 이상의 개체들은 공통적으로 수심 20~50 cm, 유속 10~25 cm/sec의 느린 여울부에 서식하고 있었다. 성장은 활동기인 4월부터 10월까지 급격한 성장을 보였으나 월동기인 11월부터 3월까지는 성장을 멈추었다. 연령 (암컷)은 6월을 기준으로 만 1년생은 전장40~61 mm, 만 2년생은 64~79 mm, 만 3년생은 80~91 mm, 만 4년생 이상은 92~106mm로 추정되었다.


The habitat characteristics and the age of endangered miho spine loach, Cobitis choii, were investigated in Ji Stream, Guem River, Korea in 2011 to provide baseline data for its restoration. The habitat of the C. choii was the downstream portion composed of sand, and the sand particle sizes was mostly 0.21~1.18 mm (88.7%). Juveniles (age 0+) preferred slower water velocity (0~25 cm/sec) and a lower water depth (5~20 cm) than did individuals who were more than 1 year old, as this group inhabited rapids with 10~25 cm/sec of water velocity and 20~50 cm of water depth. The C. choii rapidly grew during the active period from April to October and they stopped growing during the hibernating period from November to March. The estimated age of the C. choii (females) based on their total length distribution during the spawning period (June) indicated that 1-, 2-, 3- and more than 4-year-old were 40~61 mm, 64~79 mm, 80~91 mm and 92~106 mm, respectively.

KCI등재

7남해군 삼동면 연안 어류의 월별 종조성 변화

저자 : 김준섭 ( Jun Sop Kim ) , 이용득 ( Yong-deuk Lee ) , 이승환 ( Seung Hwan Lee ) , 박준수 ( Jun

발행기관 : 한국어류학회 간행물 : 한국어류학회지 30권 1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55-64 (1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남해 삼동면 연안의 사질과 잘피밭의 어류군집을 비교하기 위해서 2011년 3월부터 2012년 2월까지 소형 beam trawl과 지인망을 이용하여 어류를 매월 채집하였다. 두 곳의 조사지점에서 공통으로 출현한 종은 총 19종이었다. 실고기, 풀해마, 가시망둑, 돌팍망둑, 감성돔, 베도라치, 문절망둑, 줄망둑, 날개망둑, 살망둑, 두줄망둑, 문치가자미, 복섬 등이 공통으로 출현하였고, 이 중 실고기, 풀해마, 가시망둑, 베도라치, 복섬은 잘피밭에서, 돌팍망둑, 감성돔, 문절망둑, 줄망둑, 날개망둑, 살망둑, 두줄망둑, 문치가자미는 사질연안에서 주로 출현하였다. 실비늘치와 해마, 볼락, 농어, 독가시치는 잘피밭에서만 출현하였고, 풀반지, 숭어, 쑤기미, 양태, 쥐노래미, 알롱횟대, 꼼치, 동갈양태, 댕기망둑은 사질에서만 출현하였다. 채집된 어류 대부분은 소형어나 유어로 남해 연안의 잘피밭과 사질연안이 이들 어류의 성육장의 역할을 하는 것으로 생각된다. 출현 종수는 2011년 8~9월에, 개체수는 2011년 8월이 가장 높았다. 생체량은 2011년 4월과 9월에 가장 높았다. 대체적으로 겨울철에는 출현 종수, 개체수 및 생체량이 모두 낮았다. 개체수 및 생체량은 사질연안에 비하여 모두 잘피밭에서 높았으며, 사질 연안에서는 잘피밭을 선호하는 어류들이 다수 출현하였지만, 잘피밭에서는 사질연안을 선호하는 어종이 거의 출현하지 않았다.


Fish assemblages in a sandy shore and an eelgrass bed were compared based on monthly samples in the southern coastal water of Korea. Samples were collected by a beam trawl in the sandy shore and a surf net in the eelgrass from March to February 2012. The common fish species were Syngnathus schlegeli, Pseudoblennius cottoides, Pholis nebulosa, Favonigobius gymnauchen, Gymnogobius heptacanthus, Pseudopleuronectes yokohamae, Takifugu niphobles. Among them S. schlegeli, Urocampus nanus, P. cottoides, P. nebulosa, T. niphobles were high abundance in the eelgrass bed than in the sandy shore, whereas Acanthogobius flavimanus, Acentrogobius pflaumi, F. gymnauchen, G. heptacanthus, P. yokohamae were high in the sandy shore. Aulichthys japonicus, Hippocampus coronatus, Sebastes inermis, Lateolabrax japonicus, Siganus fuscescens were found in the eelgrass bed, and Thryssa hamiltoni, Mugil cephalus, Inimicus japonicus, Platycephalus indicus, Hexagrammos otakii, Furcina ishikawae, Liparis tanakae, Repomucenus curvicornis, and Eutaeniichthys gilli were observed in the sandy shore. Species composition and abundance varied seasonally in two habitats; The number of species and abundance was high in August and September, while biomass was the highest in April and September. Fish numbers as well as biomass were lowest in February. Number of individuals and biomass of fish in the eelgrass bed were significantly higher than those of in the sandy shore. Some fish preferred to live in the eelgrass were collected in the sandy shore, while fish preferred to live in the sandy shore were rarely collected in the eelgrass.

KCI등재

8섬진자가사리 Liobagrus somjienesis (Siluriformes, Adrianichthyidae) 후각기관의 기능 해부학적 구조

저자 : 김현태 ( Hyun Tae Kim ) , 박종영 ( Jong Young Park )

발행기관 : 한국어류학회 간행물 : 한국어류학회지 30권 1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65-68 (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섬진자가사리 Liobagrus somjinensis 후각기관과 서식처 환경 및 생태적 습성의 연관성을 규명하기 위해 실체현미경과 디지털카메라를 이용하여 해부학적 특징을 묘사하였다. 후각기관은 주둥이 위에 좌우 한 쌍으로 존재하였으며, 전비공, 후비공, 비강으로 크게 구성되어 있었다. 전비공은 튜브형의 형태로 코수염과 윗입술 끝 사이에 위치하였다. 후비공은 표면과 평평한 유출공으로써 코수염의 기부 바로 아래에 위치해 있었다. 비강은 가로와 방사형으로 배열된 혀 모양의 22~24개의 판으로 구성된 로제트 구조를 보유하고 있었다. 결과적으로 섬진자가사리의 후각기관의 기능 해부학적 구조는 여울에서의 은신, 섭식, 야행성의 생활패턴에 연관된 높은 후각의존도를 반영하는 것으로 생각된다.


The anatomical study of the olfactory organ in Liobagrus somjinensis, being related to the habitat environment and ecological habit, was carried out using a stereomicroscopy and digital camera. The paired olfactory organs are situated at the dorsal part of the snout, and consisted of two opening (anterior and posterior nostrils) and the olfactory chamber. The tubular anterior nostril is located between the tip of upper lip and the nasal barbel. The posterior nostril flat to the surface is adjacent entirely to the basement of the nasal barbel. The olfactory chamber has a rosette structure with 22~24 lamellae of linguiform, arranged transversely and radially from the medium raphe. These results may prove that L. somjinensis is dependent on olfaction, related to the hiding, the feeding and the nocturnal lifestyle in rapids.

1
권호별 보기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 | | |
1연안해역에서 석유오염물질의 세균학적 분해에 관한 연구

(2006)홍길동 외 1명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해당 간행물 관심 구독기관

경상대학교 해양수산부 이화여자대학교 군산대학교 충남대학교
 54
 34
 29
 27
 23
  • 1 경상대학교 (54건)
  • 2 해양수산부 (34건)
  • 3 이화여자대학교 (29건)
  • 4 군산대학교 (27건)
  • 5 충남대학교 (23건)
  • 6 부경대학교 (21건)
  • 7 국립수산과학원 (20건)
  • 8 선문대학교 (19건)
  • 9 전북대학교 (16건)
  • 10 동양미래대학교 (10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