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한국어류학회> 한국어류학회지

한국어류학회지 update

Korean Journal of Ichthgology

  • : 한국어류학회
  • : 수해양분야  >  수산생물학
  • : KCI등재
  • :
  • : 연속간행물
  • : 계간
  • : 1225-8598
  • : 2288-3371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1권1호(1989)~31권1호(2019) |수록논문 수 : 1,340
한국어류학회지
31권1호(2019년 03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치리 Hemiculter eigenmanni 정자의 미세해부학적 구조 (잉어목, 잉어과)

저자 : 김구환 ( Kgu-hwan Kim )

발행기관 : 한국어류학회 간행물 : 한국어류학회지 31권 1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1-6 (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치리 Hemiculter eigenmanni 정자의 미세구조를 전자현미경으로 관찰하였다. 치리 정자의 미세구조는 잉어류 정자의 일반적인 구조와 유사하게 첨체가 없는 둥근두부, 미토콘드리아를 포함하는 짧은 중편 그리고 긴 단편모로 구성되어 있었다. 핵물질은 매우 농축되어 있고 핵와는 얕게 함입되어 있었다. 중편부에는 8~10개의 미토콘드리아가 2~3층으로 배열되어 있었다. 중편부의 세포질과 소기관은 비대칭적으로 분포하고 있으며, 두 중심립 사이의 각도는 145°로 나타났다. 핵과 편모는 두 중심립의 각도만큼 기울어져 있었다.


The spermatozoa of Hemiculter eigenmanni is similar to other cyprinid by spherical head containing a nucleus with highly condensed chromatin, a short midpiece with mitochondria and a flagellum located tangentially to the head. The fine structure of cyprinid spermatozoa described classical characteristics of Cyprinidae spermatozoon comprising the absent of acrosome, the shallow nucleal fossa, postnuclear distribution of mitochondria and the lateral insertion of flagellum. However there were some structural differences for their morphology, in the mitochondria and the orientation of centrioles. The proxomal and distal centrioles are oriented approximately 145° to each other. The mitochondria of 8 or 10 in number are arranged in two or three layers.

KCI등재

2대구, Gadus macrocephalus, 자어의 첫 섭식 시 기아와 늦은 먹이 공급이 성장과 생존에 미치는 영향

저자 : 신민규 ( Min-gyu Shin ) , 이소광 ( So-gwang Lee ) , 전해련 ( Hae-ryeon Jeon ) , 주재형 ( Jae-hyeong Joo ) , 곽우석 ( Woo-seok Gwak )

발행기관 : 한국어류학회 간행물 : 한국어류학회지 31권 1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7-15 (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번 연구는 대구 (Gadus macrocephalus) 자어의 첫 섭식 시기아의 영향을 확인하기 위해 실내 사육 실험하여 성장, 생존, 유영 변화를 관찰하였다. 성장변수를 확인하기 위해 척삭장, 근 높이, 체고, 장높이, 난황을 계측하였다. 그 결과 모든 항목에서 부화 후 15일 전에 차이가 유의적이었으며, 체고, 난황에서 부화 후 9일부터 유의적 차이가 관찰되었다 (P< 0.05). 급이구의 난황은 부화 후 11일 이후에 소비되었다. 늦은 첫 먹이 공급의 영향을 파악하기 위해 다른 먹이 급여 시간 (2일, 3일, 4일, 무급이)에 따른 자어의 생존과 성장을 관찰하였다. 무급이구의 경우 부화 후 15일에 전량 폐사하였으며 나머지 실험구는 실험종료 시까지 생존하였다. 실험이 종료된 부화 후 21일에 2일급이구 (17.50±4.27%)와 3일 급이구 (20.50±1.50%) 사이에 차이가 유의하지 않았으나 (P >0.05), 3일과 4일 급이구 (11.67±1.52%) 사이에는 유의한 차이가 확인되었다 (P< 0.05). 부화 후 21일째 2일, 3일 그리고 4일 급이구에 있어서 척삭장에 유의적 차이가 없었다 (P >0.05). 유영 능력 변화를 관찰한 결과 급이 구는 순항유영속도와 돌진유영속도 모두 점진적으로 증가하였으며, 무급이구는 부화 후 6일에 순항유영속도 (18.7±6.56mm/s)와 돌진유영속도 (43.5±12.65 mm/s) 모두 최고 속도에 도달한 뒤 점차 감소하였다.


The present study aimed to investigate the influence of starvation on growth, survival and swimming ability of Pacific cod Gadus macrocephalus larvae. Notochord length, musculature height, body depth, gut height and volume of yolk of reared larvae were measured to determine the growth parameters. A significant difference was observed in all morphometric characteristics before 15 DAH (days after hatching). Body depth and volume of yolk of unfed larvae were significantly smaller than those of fed larvae from 9 DAH (P< 0.05). Almost all yolk in fed group was consumed at 11 DAH. Survival and growth of larvae were observed to determine the effect of delayed initial feeding (2 DAH, 3 DAH, 4 DAH, unfed). All larvae in the unfed group died by 15 DAH and the larvae in other experimental groups survived until the end of the experiment to 21 DAH. Survival rate was not significantly different between the 2 DAH group (17.5±4.27%) and the 3 DAH group (20.5±1.5%) at 21 DAH (P >0.05). However, there was a significant difference in survival rate between the 3 DAH group and the 4 DAH group (11.7±1.52%) (P< 0.05). There was no significant difference in notochord length among the groups fed from 2 DAH, 3 DAH and 4 DAH at 21 DAH (P >0.05). The swimming ability in fed group gradually increased in both cruising and burst swimming speeds, while those abilities in unfed group gradually decreased after reaching the peak at 6 DAH in both cruise (18.7±6.56 mm/s) and burst swimming speed (43.5±12.65 mm/s).

KCI등재

3한국고유종 북방종개 Iksookimia pacifica (Pisces: Cobitidae)의 분포양상과 멸종위협 평가

저자 : 고명훈 ( Myeong-hun Ko ) , 한미숙 ( Mee-sook Han ) , 권선만 ( Sun-man Kwan )

발행기관 : 한국어류학회 간행물 : 한국어류학회지 31권 1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16-22 (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우리나라 고유종 북방종개 Iksookimia pacifica의 분포양상 및 멸종위협을 평가하기 위하여 처음으로 정밀분포조사를 2017년부터 2018년까지 실시하였다. 북방종개는 조사기간 중 33개 하천, 104개 지점을 조사하여 17개 하천, 46개 지점 (고성군 배봉천~강릉시 군선천)에서 서식을 확인하였다. 서식개체수는 비교적 북천과 배봉천, 화상천, 천진천, 오호천 등에서 비교적 많았으나 사천천과 남천, 강릉남대천 등에서는 적었다. 서식지는 대부분 하천 중·하류의 물이 맑고 유속이 느리며 하상은 모래가 쌓인 소 (pool)였으며, 위혐요인은 하천공사와 수질오염으로 추정되었다. 본 결과를 과거 출현기록과 비교하면, 처음으로 삼포천에서 서식을 확인하였으나 주수천과 전천, 삼척 오십천에서는 서식이 확인되지 않았다. 북방종개의 멸종위협을 평가했을 때 서식지가 3세대 동안 19.5%가 감소하고 작은 출현면적 (1,343 km2)과 점유면적 (184 km2)을 보였지만, 지소수가 많고 (18개) 서식범위 내에서 비교적 넓게 퍼져 있으며 개체수도 비교적 많기 때문에 멸종위협 등급은 준위협 (NT)으로 평가되었다.


Investigations on the study of the distribution aspects and extinction threat evaluation of the Korean endemic species, Iksookimia pacifica were done from 2017 to 2018 in Korea. During the study period, the samples of I. pacifica were collected in 17 streams, 46 sites (from Baebongcheon Stream of Goseong-gun to Gunsuncheon Stream of Gangneung-si) among the noted 33 streams and 104 sampling sites investigated. The population size of I. pacifica was relatively large in streams such as Bukcheon, Baebongcheon, Hwasangcheon, Cheonjincheon, Ohhocheon Stream etc., but the population size was small in streams such as Sacheoncheon, Namcheon, Gangneung Namdaecheon Stream etc. The main habitat of I. pacifica was the downstream pool of clean water with slow velocity and sand bottoms, and their sensibility was estimated to be due to river work and water pollution. Comparing the previous records of the appearance of I. pacifica, they were first seen in Sampocheon Stream, but they did not appear in Jusucheon, Jeoncheon, Samcheok Osipcheon Stream. Given this evidence as noted for the 19.5% reduction in occupancy within 3 generations, in small appearance range (1,343 km2) and small occupancy area (184 km2), the number of locations were many (18) and the population was relatively large within the range of habitat. Therefore, I. pacifica is now considered a Near Threatened (NT) based on the IUCN Red List categories and criteria.

KCI등재

4능성어 (Hyporthodus septemfasciatus) ♀×대왕바리 (Epinephelus lanceolatus) ♂ 수정란의 난발생

저자 : 노충환 ( Choong Hwan Noh ) , 윤낙진 ( Nak Jin Yoon )

발행기관 : 한국어류학회 간행물 : 한국어류학회지 31권 1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23-29 (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번 연구에서 바리과 어종의 새로운 교잡종을 생산하기 위한 연구의 일환으로 능성어 (Hyporthodus septemfasciatus) ♀×대왕바리 (Epinephelus lanceolatus) ♂ (CGGG)의 발생 양상, 부화율, 기형 발생률 그리고 부화 소요시간을 조사하고, 교잡종의 모계어종의 순종 (능성어 ♀×♂, CG)과 비교하였다. CGGG와 CG 수정란은 자외선 살균 해수가 채워진 5-L 용량의 비이커 9개에 3,000~5,000개/비이커의 밀도로 수용되었으며, 발생 기간 중 수온은 23.5~24.8℃ 그리고 염분은 32.1~32.8 ppt였다. CGGG의 수정률과 부화율은 각각 69.4±1.5%와 59.0±5.1%로서 CG에 비해 유의하게 낮았다 (p<0.05). CGGG는 비균등 난할, 배체 체형 기형 그리고 부화자어의 척추 기형이 높게 출현한 것을 제외하고, CG와 동일한 난발생 양상을 보였다. CGGG의 부화까지 소요 시간은 CG에 비해 약 2시간 느렸다 (p<0.05). 이상의 결과에서 CGGG는 수정률, 부화율 그리고 기형률 등 발생능력이 CG에 비해 낮았지만 부화자어의 대량생산이 가능할 것으로 판단된다.


The embryonic development and hatchability of the artificially fertilized eggs of convict grouper (Hyporthodus septemfasciatus) ♀×giant grouper (Epinephelus lanceolatus) ♂ (CGGG) were compared to those of the maternal pure species (convict grouper ♀×♂, CG) to establish a novel grouper hybrid for aquaculture industry. The fertilized eggs were divided into nine 5-L beakers (3,000~5,000 eggs/beaker) filled with UV sterilized seawater and incubated at a temperature range of 23.5~24.8℃ (32.1~32.8 psu). The percentages of fertilization and hatching of CGGG were 69.4±1.5% and 59.0±5.1%, respectively and were significantly lower than those of CG (p<0.05). The CGGG proceeded normal embryonic development similar to that of CG, but showed an irregular cleavage, immature embryonic body and spinal deformity in hatched larvae. The incubation time from fertilization to hatching of CGGG was 31 hrs, which was approximately 2 hrs slower than that of CG. Our study provided the possibility of mass production of grouper hybrid CGGG larvae.

KCI등재

5한국고유종 점줄종개 Cobitis nalbanti의 난발생 및 초기생활사

저자 : 고명훈 ( Myeong-hun Ko ) , 방인철 ( In-chul Bang )

발행기관 : 한국어류학회 간행물 : 한국어류학회지 31권 1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30-38 (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한국고유종 점줄종개 Cobitis nalbanti의 난발생 및 초기생활사를 조사하였다. 성어는 2011년 6월 영산강 상류인 전남 장성군 북하면 성암리에서 족대를 이용하여 채집하였다. 채집된 성숙한 친어는 복강에 Ovaprim을 주사하고, 12시간 경과 후 복부압박법으로 채란하고 건식법으로 인공수정시켰다. 산란된 성 숙란은 약한 점착성을 띤 밝은 황색의 분리침성난으로 난경은 0.99±0.03 mm이고 산란수는 1,527±410개였다. 수온 25℃에서 수정 후 52시간 후에 50%가 부화하였으며, 크기는 전장 4.2±0.22 mm였다. 부화 5일 후에 전장 6.0±0.34 mm로 난황이 모두 흡수되어 후기자어로 이행하였으며, 15일 후에는 전장10.8±0.45mm로 지느러미 기조가 모두 정수로 되어 치어기로 이행하였다. 부화 후 100일 후에는 전장 41.1±2.95 mm로 4개의 점줄로 이루어진 Gambetta's zone이 뚜렷하고 외형은 성어와 비교적 유사하였다.


Egg development and early life history of the Korean endemic sand spine loach, Cobitis nalbanti, were investigated in the present study. Adult fish were sampled using spoon nets at the Yeongsan River in Seongam-ri, Bukha-myeon, Jangseong-gun, Jeollanam-do, Korea, June 2011. Eggs were obtained after injecting Ovarprim into females. Eggs were then artificially fertilized using the dry method in the laboratory. Mature eggs were transparent and slightly adhesive with light yellowish coloring, measured 0.99±0.03 mm (mean±SD) in diameter. And number of spawned eggs were 1,527±410 per individual. Hatching (50%) of the embryo occurred 52 hours after fertilization a water temperature of 25℃, and the average newly hatched larvae size was about 4.2±0.22 mm in total length. At fifth day after hatching, the larval total length reached 6.0±0.34 mm on average and their yolk sac had been completely absorbed. At fifteen day after hatching, larva entered the juvenile stage and reached 10.8±0.45 mm in total length. At 100th day after hatching, the formation of Gambetta's zone of four dotted line was complete and juveniles were similar in general appearance to adults, and they averaged 41.1±2.95 mm in total length.

KCI등재

6서식처 유형에 따른 배스 Micropterus salmoides 식성의 차이

저자 : 박종성 ( Jong Sung Park ) , 김수환 ( Su Hwan Kim ) , 김현태 ( Hyun Tae Kim ) , 김재구 ( Jae Goo Kim ) , 박종영 ( Jong Young Park ) , 김형수 ( Hyeong Su Kim )

발행기관 : 한국어류학회 간행물 : 한국어류학회지 31권 1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39-53 (1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서식처 유형에 따른 배스의 식성을 비교하기 위해 하천과 저수지에서 2016년 4월부터 9월까지 306개체의 배스를 채집한 후 먹이생물을 분석하였다. 그 결과 하천과 저수지에 서식하는 배스의 가장 중요한 먹이생물은 어류로 확인되었다. 그러나 저수지에 서식하는 배스의 소화관 내용물에는 어류뿐 아니라 갑각류와 곤충류의 비율도 높게 나타나 하천에 서식하는 배스와 섭식 차이를 보였다.


In order to compared the feeding habits of Micropterus salmoides according to the habitat types, the stomach content of a total of 306 M. salmoides were investigated from April to September 2016 in the stream and reservoir. As a result, the highest IRI (Index of relative importance) value in M. salmoides inhibiting the stream and reservoir were identified as fishes. However, the IRI value of crustaceans and insects as well as fishes in M. salmoides inhibiting the reservoir were high, showing a difference in IRI value of M. salmoides inhibiting the stream.

KCI등재

7낙동강 수계 대가천의 꼬치동자개 Pseudobagrus brevicorpus (Pisces: Bagridae)의 일주기 활동 및 식성

저자 : 곽영호 ( Yeong-ho Kwak ) , 김강래 ( Kang-rae Kim ) , 방인철 ( In-chul Bang )

발행기관 : 한국어류학회 간행물 : 한국어류학회지 31권 1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54-61 (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꼬치동자개 Pseudobagrus brevicorpus의 일주기활동과 식성에 관한 연구를 낙동강 지류인 대가천에서 실시하였다. 일주기활동은 일몰 직후와 일출 전에 2회에 걸쳐 일어났다. 주로 하천의 중층대에서 활동을 하며 먹이생물이 발견하면 접근하여 흡입하는 행동을 취했다. 연령은 3개 그룹으로 구분되었고 위내용물 중 상대중요성지수 (index of relative importance, IRI)가 1%를 초과하는 먹이생물은 하루살이목 (Ephemeroptera) 80.8%, 파리목 (Diptera) 8.6%, 날도래목 (Trichoptera) 8.5% 순으로 나타났다. 또한 모든 연령군에서 하루살이목이 매우 중요한 먹이생물이었고, 성장함에 따라 먹이생물의 크기가 증가하였다.


A study on the diel activities and feeding habits of Pseudobagrus brevicorpus living in the Daegacheon Stream of Nakdonggang River was conducted in September 2017. Diel activity took place during the night, just after sunset and just before sunrise. Pseudobagrus brevicorpus swam in the middle depths, and when they found prey organisms, approached and consumed them immediately. Fish were divided by age into three groups. Prey organisms whose index of relative importance in the stomach contents exceeded 1% belonged to the orders Ephemeroptera (80.8%), Diptera (8.6%), and Trichoptera (8.5%). An index of relative importance by age showed that the Ephemeroptera are very important prey organisms, and the sizes of prey organisms increase with fish growth.

1
권호별 보기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 | | |
1연안해역에서 석유오염물질의 세균학적 분해에 관한 연구

(2006)홍길동 외 1명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해당 간행물 관심 구독기관

통일부 경북대학교 경기대학교 경상대학교 한국행정연구원
 1,502
 542
 359
 66
 65
  • 1 통일부 (1,502건)
  • 2 경북대학교 (542건)
  • 3 경기대학교 (359건)
  • 4 경상대학교 (66건)
  • 5 한국행정연구원 (65건)
  • 6 전남대학교 (48건)
  • 7 조선대학교 (27건)
  • 8 순천향대학교 (27건)
  • 9 부경대학교 (25건)
  • 10 전북대학교 (22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