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논문

Data Report>이슈논문

이슈 키워드 논문 TOP10

이슈논문
| | | | 다운로드

KCI등재

1국민의 건강권 보호를 위한 미세먼지에 대한 법적 고찰

저자 : 강현호 ( Hyun Ho Kang )

발행기관 : 한국환경법학회 간행물 : 환경법연구 38권 1호 발행 연도 : 2016 페이지 : pp. 159-193 (3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미세먼지는 먼지의 일종으로 볼 수 있으며, 먼지에 대해서는 대기 중에 떠다니거나 흩날려 내려오는 입자상물질을 말한다고 하므로, 미세먼지는 지극히 작은 먼지라고 할 수 있다. 미세먼지는 침묵의 살인자라는 명칭과 함께 그 위험성이 보도되고 있으며, 여러 연구에 의하여 암을 유발한다든가 수명을 단축시키는 해악을 끼치는 것이 증명되고 있다. 이러한 미세먼지는 우리 헌법이 보호하고 있는 국민의 건강권을 심대하게 침해하고 있으므로, 법적인 대응이 요청된다. 아직까지는 미세먼지에 대한 법적인 고찰이 제대로 이루어지지 아니하였는바, 본고에서는 미세먼지의 법적 성질로서 대기환경보전법상의 유해물질로 규명하게 되었으며, 따라서 미세먼지에 대해서는 민사법제나 공물법제의 차원보다는 우선적으로 환경법제로서 대응방안을 모색하여야 한다고 보았다. 미세먼지에 대한 환경법의 대응을 위해서는 환경법의 기본원칙으로서 사전배려의 원칙, 원인자 책임의 원칙 그리고 협동의 원칙에 기초하여 미세먼지에 대한 지속적인 법적 대응이 요청된다고 보았다. 미세먼지에 대한 환경법적 대응에 있어서는 그 속성상 결국 국가의 개입이 중요한 기능을 수행하게 되는바, 미세먼지가 한계수치를 초과하여 피해를 입는 국민이나 주민이 행정에 대해서 개입을 하여 줄 것을 소구할 수 있는가가 법적으로 주요한 쟁점이 될 수 밖에 없다. 이러한 문제에 대해서 우리나라에서는 아직까지 제기된 사안이 없으나 독일에서는 이미 연방행정법원에서 내린 판례가 존재하고 있는바, 이러한 판례에 의하면 미세먼지를 규율하는 법령의 제3자 보호규범성을 긍정하고 있다. 따라서 한계수치를 초과하는 미세먼지로 인하여 건강이나 재산상 손해를 입는 국민이나 주민은 행정청을 상대로 개입을 소구할 수 있다고 보았다. 이 경우에 다만 미세먼지를 예방하기 위한 계획들을 수립하여 달라는 청구는 행정의 재량을 과도하게 제한하므로 인용되지 아니하였으며, 교통의 제한을 수반하는 조치를 취하여 달라는 청구는 인용이 되었다. 우리나라에서는 아직 미세먼지를 규율하는 법령의 제3자 보호규범성 조차 긍정하고 있지 아니한 바, 미세먼지가 가지는 위험성에 비추어 볼 때 관련 법령을 해석함에 있어서 제3자 보호규범성의 인정 여부와 관련하여 보다 전향적인 자세가 요청된다고 사료된다.


Die Feinstaube sind sehr gefahrlich fur die Gesundheit der Burger. Sie verursachen sowohl Krebs als auch verkurzen die Lebensspane der Menschen. Durch die Verstreuung der Feinstaube wird das Gesundheitsrecht der Burger beeintrachtigt. Das koreanische Grundgesetz gewahrleistet das Gesundheitsrecht der Burger durch verschiedene Artikeln, z.B. Art. 10. Das Gesundheitsrecht als ein Grundrecht hat einen Charakter als Abwehrrecht gegen den Staat aber auch als objektive Rechtsordnung fur den Staat und die Gesellschaft. Darum hat der Staat Rechtsordnungen und Institutionen installieren, die das Gesundheitsrecht der Burger realisieren. Rechtlich gesehen ist der Feinstaub als eine bewegliche Sache zu charakterisieren, aber er braucht von der Seite des offentlichen Rechts reguliert zu werden, weil er sich fur die Menschen Gefahr zubereitet. Trotz der rechtlichen Schwierigkeit der Charakterisierung von Feinstaub ist er nicht als offentliche Sache anzunehmen, sondern vielmehr als schadliche Materialien aus dem Gesetz der Luftreinhaltung zu qualifizieren. Bis jetzt sind verschiedene gesetzliche Normen erlassen, um gegen Feinstaube angemessen entgegenzukommen, aber die Regelungen sind vom Hinsicht der Gefahrlichkeit der Feinstaube nicht genugend vorbereitet. Gegenmaßnahme gegen Feinstaube ist aus der Sicht des Grundsatzes des Umweltrecht, insbesondere Vorsorgeprinzip, Verursacherprinzip und auch Mitwirkungsprinzip zu beginnen . Bei der Aktion gegen Feinstaube ist die Rolle der Verwaltung bzw. Verwaltungstrager von großer Bedeutung, darum hat sie in die Verkurzung der Feinstaube aktiv mitwirken. Nach den geltenden Gesetzen sind die Befugnisse der Verwaltung bzw. Verwaltungsbehorde zuteil, mit der sie die Ausgabe der Feinstaube hindern oder beseitigen kann. Das Problem liegt darin, daß die Verwaltung bzw. Verwaltungsbehorde ihre Befugnis keinen Gebrauch machen wird. Wenn die Immission der Feinstaube Grenzwerte uberschreitet und die Gesundheit der Burger dramatisch geschadigt wird, ist es zu fragen, ob der Betroffene auf die Einschreitung der Verwaltungsbehorde anklagen konnte. Diese Klage ist in Korea noch nicht erhoben worden. Aber in Deutschland gab es Entscheidungen bezuglich Feinstaube. Der entscheidende Punkt liegt darin, ob Luftreinhaltplane oder Aktionsplane schon aufgestellt worden sind und ob in diesen Planen bestimmte Maßnahmen vorgesehen worden ist. Wenn ja, dann gibt der BVerwG den Betroffenen ein subjektives offentliches Recht, wenn nein, dann nicht. Ohne die Plane kann der Betroffen jedoch auf die planunabhangigen Maßnahmen anklagen, wenn die Grenzwerte der Feinstaub uberschritten werden. Diese Bejahung ist aus dem drittschutzenden Charakter der Normen abzuleiten, die Feinstaube regulieren. M.E. ist es auch dem koreanischen Gericht zu empfehlen, bei der Anerkennung des drittschutzenden Charakter der Gesetze der Luftreinhaltung positiv einzutreten.

KCI등재

2미세먼지가 삶의 만족도에 미치는 영향: WTP 추정을 중심으로

저자 : 서미숙 ( Misuk Seo ) , 조홍종 ( Hong Chong Cho )

발행기관 : 한국환경경제학회·한국자원경제학회(구 한국환경경제학회) 간행물 : 자원·환경경제연구 26권 3호 발행 연도 : 2017 페이지 : pp. 417-449 (3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한국노동연구원에서 제공하는 한국 노동패널조사(KLIPS) 자료와 환경부 국립환경과학원이 제공하는 미세먼지 정보를 이용하여, 미세먼지가 개인의 주관적인 만족도에 미치는 효과를 분석하고 미세먼지 저감에 따른 사람들의 WTP를 추정했다. 패널 확률효과 순서형 로짓을 이용한 추정 결과에 따르면, 첫째, 미세먼지 농도의 상승은 사람들의 주관적 삶의 만족도 확률을 낮추는 음의 값을 보였다. PM10 1μg/m3 증가는 각각 0.042%p~0.091%p까지 `만족`을 선택할 확률을 낮추게 했고, PM2.5 1μg/m3 증가는 각각 0.034%p~0.153%p까지 `만족`을 선택할 확률을 낮췄다. 소득의 경우, 가구당 연간 소득 1% 증가는 `만족` 선택할 확률을 0.16%p~0.18%p까지 높게 했다. 둘째, 대기 질 개선 비용을 산정하기 위해서 미세먼지 저감에 대한 WTP를 도출했다. PM10 1단위 개선하기 위한 사람들의 WTP는 108,787($96)∼209,519($186)원 정도 도출되었고, PM2.5의 WTP는 89,345($79)∼362,930($322)원 정도 산출됐다. 이 금액은 한국인 가구 평균 연간 소득의 0.26%∼0.50%와 0.22%∼0.88%에 해당한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analyze the effect of local area concentration of particulate matter on life satisfaction, by matching subjective satisfaction in the Korea Labor & Income Panel Study data with daily data of PM10 and PM2.5. We find that the concentration of particulate matter has a significant negative effect on satisfaction. A 1μg/m3 increase in PM10(PM2.5) leads to lower the probability of choosing `satisfaction` by 0.042%p~0.091%p(0.034%p~0.153%p) and a 1% increase in annual income per household raises the probability of choosing `satisfaction` by 0.16%p~0.18%p respectively. To estimate the monetary value of reducing PM10 and PM2.5, we calculate willingness-to-pay for mitigating air pollution, which represents the tradeoff between the reduction in particulate matter and income. We find that people on average are willing to pay \108,787($96)∼ 209,519($186) for a 1μg/m3 reduction in PM10 and to pay 89,345($79)~362,930($322) in PM2.5. This amount corresponds to 0.26%∼0.50%(0.22%∼0.88%) of the average annual household income in South Korea.

KCI후보

3미세먼지와 건강 장애

저자 : 명준표 ( Jun-pyo Myong )

발행기관 : 대한내과학회 간행물 : Korean Journal of Medicine(구 대한내과학회지) 91권 2호 발행 연도 : 2016 페이지 : pp. 106-113 (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Sand dust is a source of particulate matter (PM) in Korea. Recently, an attention has been focused on the health effects of PM and fine PM. Here we examine the possible mechanisms of PM disposition and review the literature on the health effects of PM. PM can enter and accumulate in the respiratory tract via impaction, gravitational settling, diffusion, and electrostatic attractions. PM may cause oxidative stress, inflammation, direct penetration, and increased blood viscosity. This literature review revealed that PM exposure is associated with several health risks, such as mortality and respiratory and cardiovascular diseases. Furthermore, PM exposure may be linked to lung cancer. Thus, a comprehensive approach is needed to manage PM and reduce its environmental exposure and related health effects. (Korean J Med 2016;91:106-113)

KCI등재

4미세먼지정책의 경로의존성과 위험의 사회적 확산

저자 : 최충익 ( Choi Choongik ) , 김철민 ( Kim Chul-min )

발행기관 : 한국지역개발학회 간행물 : 한국지역개발학회지 28권 5호 발행 연도 : 2016 페이지 : pp. 89-107 (1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This article aims to explore path dependency and social amplification of risk in terms of particulate matter air pollution management of governments. Path dependency explains the tendency of a traditional preference to continue even if better alternatives are available. In this paper, it has been offered as an alternative analytical tool for air pollution management policy of levels of government. A key finding of path dependence in air pollution policy of governments is a property of lock-in effects by historical events. Social amplification of risk framework (SARF) is employed as a another analytic tool for a risk communication of particulate matter air pollution policy by governments. It attempt to tackles negative portrayal of air pollution events interacted with psychological, social, institutional, and cultural processes in ways that amplify perceptions of risk. There is now considerable evidence that risk intensification phenomena have occurred in particulate matter air pollution issue for the past decades.

KCI등재

5미세먼지에 대한 중국의 대응과 지역협력방안: "인지공동체"구축을 중심으로

저자 : 원동욱 ( Dong Wook Won )

발행기관 : 조선대학교 동북아연구소(구 통일문제연구소) 간행물 : 동북아연구(구 통일문제연구) 29권 2호 발행 연도 : 2014 페이지 : pp. 235-259 (2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환경문제는 특정한 국가의 영토에 국한되지 않는다. 한 곳에서 발생된 오염은 점차 주변으로 확산되고, 심지어 국가 간의 경계를 뛰어넘어 주변국가들에 영향을 미치곤 한다. 산성비, 황사, 황해오염 등이 동북아지역에서 나타나는 이러한 환경문제, 즉 월경성 오염문제에 해당한다. 특히 최근 심각성이 드러나기 시작한 중국발 미세먼지 문제는 월경성 대기오염 문제의 하나로서, 그 책임문제를 둘러싸고 동북아의 새로운 갈등을 발생시킬 수 있는 요인이 되고 있다. 과거 동북아 환경협력체제의 형성에 소극적이던 중국은 최근 국가의 부상에 따른 ‘책임 있는 강대국’으로서의 역할에 대한 국제사회의 압력 증대에 대한 대응, 역내 오염제공국이라는 오명에서의 탈피, 환경문제 해결을 통한 친환경산업의 육성과 지속가능한 발전 모색 등의 차원에서 역내 환경협력에 대한 전향적인 자세를 취하고 있다. 하지만 경제적 영향을 줄 수 있는 구속력있는 협정의 체결에는 여전히 부정적 입장을 견지하고 있으며, ‘과학적 불확실성’이 그 근거로 활용되고 있다. 이러한 맥락에서 본 연구에서는 미세먼지와 같은 월경성 오염문제를 해결하는 과정에서 국가 간 협력의 주요 장애요인으로 작용하는 ‘과학적 불확실성’을 극복하는 방안으로서 역내다양한 행위자들 간 복합적 네트워크의 구축과 함께 동북아 환경협력체제 형성의 관건이 되는 ‘인지공동체’의 측면에서 새로운 해결방안을 모색한다.


Environmental problems are not limited in the territory of a certain country. The pollutant, which is generated in one point of a certain country, gradually spreads to its surroundings and has an effect on neighboring countries jumping over boundaries. Acid rain, yellow dust and the Yellow Sea pollution make up the transboundary pollutions in Northeast Asia. In particular, fine dust as a transboundary pollution which has been continuously generated in China, is becoming a new conflict factor. However, this transboundary pollution is also functioning as an agenda which is promoting regional cooperation between neighboring countries. China, which has taken a passive stance in constructing the environmental regime, is turning to a positive stance. Because it wants to cope with international pressure to play the role of “responsible big power”, to escape from a dishonor of regional polluter, and to find a way towards sustainable development through promoting green industries. Nevertheless, it still adheres to a negative stance on a binding agreement, because of “scientific uncertainty”. In this regard, this paper discusses the necessity of constructing a complex cooperative network between various regional actors and “epistemic communities” which is a matter of building an environmental regime in Northeast Asia to solve fine dust problem.

KCI등재

6지역사회연계 미세먼지 교육프로그램이 중학생들의 이슈에 대한 이해와 시민으로서의 인성과 가치관 함양에 미치는 효과

저자 : 김가형 ( Gahyoung Kim ) , 이현주 ( Hyunju Lee )

발행기관 : 한국과학교육학회 간행물 : 한국과학교육학회지 37권 6호 발행 연도 : 2017 페이지 : pp. 911-920 (1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미세먼지 이슈를 중심으로 학교와 지역사회를 연계하는 과학교육 프로그램(SSI-COMM)을 개발하고 중학교 자유학기제에 적용하여 학생들의 지역사회 속 미세먼지 이슈에 대한 이해도와 인성적 태도 및 가치관에 미치는 교육적 효과를 탐색하였다. 서울시 자유학기제에 참여하는 4개 학교에서 총 151명의 학생들이 8회(16차시)에 걸쳐 프로그램에 참여하였다. 미세먼지 프로그램의 교육적 효과와 학생들의 참여 경험을 탐색하기 위해, 과학이슈에 대한 이해도 및 인성과 가치관을 측정하는 검사를 실시하였으며, 참여 학생 일부와의 개별 면담을 실시하였다. 연구 결과, 본 프로그램은 학생들이 미세먼지와 관련된 지식을 습득하는 데에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효과가 있었다. 시민으로서의 인성과 가치관에 있어서는 생태학적 세계관 영역을 제외하고 사회·도덕적 공감, 과학관련 사회쟁점에 대한 책무성 영역에서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향상이 있었다. 면담결과, 학생들은 본 프로그램을 통해 미세먼지가 자신이 속한 지역에 어떠한 문제를 야기하는지, 이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어떤 노력을 해야 하는지 등에 대해 이해하게 되었고, 미세먼지의 발생에 개인의 책임감을 느끼고 미세먼지로 인해 피해를 입은 지역의 취약계층을 위한 지역사회활동의 참여와 실천의 필요성을 느끼게 되었음을 알 수 있었다.


The purpose of the study is to investigate the effects of community-based SSI programs (SSI-COMM) regarding “fine dust” on promoting middle school students’ understanding of community issues and their character and values as citizens. SSI-COMM on fine dust was implemented in 4 middle schools located in Seoul, and 151 7th graders participated in the program lasting over 8 weeks. Data was collected through two questionnaires (i.e. students’ understanding of issues, and character and values as citizens) and individual interviews with selected students. Results indicated that there were statistically significant increases in their understanding of fine dust issue after the program. In addition, the program significantly contributed to enhancing students’ character and values, especially in the domains of social and moral compassion and socioscientific accountability. Student interviews revealed that they became more aware of the local community problems caused by fine dusts and started to consider what efforts should be made to solve them. They also felt individual responsibility for the occurrence of fine dust, and the need for participation and practice of community activities for vulnerable groups in affected areas.

KCI등재

7미세 먼지 농도가 돼지고기 구매에 미치는 영향

저자 : 김성용 , 이균식

발행기관 : 한국농촌경제연구원 간행물 : 농촌경제 39권 4호 발행 연도 : 2016 페이지 : pp. 51-72 (2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Drawing upon the evidence produced in economics and psychology, we show that air-quality-induced mood changes affect the decisions of consumers expenditure on pork meats. We collect the particulate matter (PM) concentrations records at three regions-Seoul, Incheon, and Gyeonggi, and after de-seasonalizing its daily records, combine them with the weekly household food expenditure data set obtained from the household panel survey conducted from January 2010 to December 2014 by Korea`s Rural Development Administration. We utilize a random effect tobit panel model augmented by Mundlak`s device. After controlling for socio-economic and other seasonal factors affecting pork meats expenditure, we find the ambient air pollution is strongly significantly correlated with the pork meats expenditure. A week with a PM10 that is 10ug/m3 higher than the average in that month of the five years would be predicted to see 23.9 won increased in the next week per household expenditure on pork meats. As potential explanations of this finding, we propose a mood congruency effect, saliency effect, and availability heuristic prevail in consumers` food purchasing behavior.

KCI등재

8교통흐름에 기인하는 미세먼지 노출 도시인구에 대한 시,공간적 분석

저자 : 이금숙 ( Keum Sook Lee )

발행기관 : 한국경제지리학회 간행물 : 한국경제지리학회지 11권 1호 발행 연도 : 2008 페이지 : pp. 59-77 (1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KCI등재

9서울지역 미세먼지 고농도에 따른 천식사망자 사례일의 종관기상학적 분류

저자 : 최윤정 ( Yun-jeong Choi ) , 박종길 ( Jong-kil Park ) , 정우식 ( Woo-sik Jung )

발행기관 : 한국환경과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과학회지 26권 2호 발행 연도 : 2017 페이지 : pp. 159-172 (1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Asthma deaths in Seoul peaked on the third, fifth, and second days after the PM concentration exceeded the daily average concentration standard. We classified the synoptic meteorological conditions, based on the days involving such cases, into three categories. Type 1 included the meteorological condition likely to cause high air pollution concentrations in the leeward region, the dominant wind direction of which is the northwest. Type 2 included the meteorological condition likely to cause high air pollution concentrations due to the weak wind velocity under stable atmospheric conditions. Type 3 was when the passage low atmospheric pressure and the expansion of high atmospheric pressure occurred at the rear, indicating a meteorological condition likely to cause high air pollution, in certain regions. Type 1 occurred 11 times, with high concentrations of over 100 ㎍/ ㎥ being observed in the southeastern part of Seoul. Type 2 occurred 24 times, often accompanied by a PM concentration of 100~400 ㎍/ ㎥ . Type 3 occurred 11 times, and was accompanied by several days of yellow dust that accounted for the highest concentrations.

KCI등재

10한반도내 미세먼지 발생주기의 시공간분포 특성

저자 : 장재훈 ( Jae Hoon Jang ) , 이화운 ( Hwa Woon Lee ) , 이순환 ( Soon Hwan Lee )

발행기관 : 한국환경과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과학회지 21권 2호 발행 연도 : 2012 페이지 : pp. 189-202 (1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Power spectral analysis for PM10 observed at 10 cities in the Korean Peninsula from 2004 to 2010 was carried out to examine the spatial and temporal features of PM10 evolution cycle. The power spectrum analysis proposed 9 typical cycles 0.5 day, 1day, 5.4day, 8~10day, 19~21day, 26day, 56day, 180day and 365day) for PM10 evolution and the cycles are strongly associated with dilution and transportation due to the meterological influence. The spectrum intensity of 5.4day and 26day PM10 evolution cycles mainly depend on the advection cycles of synoptic pressures system and long-term variation of climatological forcing, respectively. The intensity of PM10 evolution with longer temporal cycles than one day tends to be stronger in La nina period in comparison with that in El nino period. Mean of typical intensity of PM10 evolution in La nina period estimated to be 30% larger than El nino period. Thus the global scale meteorological phenomena such as El nino and La nina also can influence the variation of wind system in the Korean Peninsula and PM10 evolution. but global scale forcing tends to influence different manner for PM10 evolution in accordance with its temporal cycles.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