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논문

Data Report>이슈논문

이슈 키워드 논문 TOP10

이슈논문
| | | | 다운로드

KCI등재

1아동학대 및 가정폭력의 중복발생이 아동의 우울궤적에 미치는 영향 연구

저자 : 최진영 ( Jinyoung Choi ) , 김기현 ( Kihyun Kim )

발행기관 : 한국사회복지연구회 간행물 : 사회복지연구 50권 1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101-133 (3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아동학대와 가정폭력의 중복발생과 아동의 우울궤적 간의 관계를 검증하였다. 이를 위해 한국복지패널에 참여한 497명의 아동의 데이터를 바탕으로 잠재성장모형 분석을 실시하였다. 연구결과 아동학대와 가정폭력의 중복발생 경험률은 17.3%로 나타났다. 아동의 우울궤적은 시간에 따라 감소하는 경향이 있었으나 통계적으로 유의미하지 않았고, 우울감의 변화기울기에 있어 개인차가 유의미한 것으로 확인하였다. 아동학대의 하위유형과 가정폭력은 각각 개인, 가족, 학교요인을 통제하고도 우울궤적의 유의미한 예측요인으로 나타났다. 구체적으로 정서학대와 방임은 우울감의 출발점 수준에는 영향을 미쳤으나 우울감의 변화속도에는 영향을 미치지 않았다. 가정폭력은 우울감의 출발점 수준에는 영향력이 나타나지 않았고, 우울감의 변화속도에는 영향을 미쳤다. 또한 본 연구는 우울감의 변화속도에 있어 정서학대와 가정폭력의 상호작용 효과가 있음을 확인하였다. 마지막으로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향후 연구과제 및 이론적, 실천적 함의를 논하였다.


This study examined the predictors of adolescent depression trajectory by using Korean Welfare Panel Data. Particularly, child abuse, domestic violence and co-occurrence are important predictors of adolescent depression trajectory. The final analysis sample was 497 cases and analyzed using the Latent Growth Model(LGM) was used to investigate the research problems. As a result, the co-occurrence of child maltreatment and domestic violence was 17.3%(n=82). Depression trajectory according to the time was statistically significant only in the mean and variance of the Intercept and the variance of the Slope. Also, it was confirmed that child maltreatment and domestic violence were influential even when controlling individual, family, and school factors as predicting factors of depressed trajectory. Specifically, the sub-types of child maltreatment were influential in the level of starting depression(Intercept). Among the subtypes of child maltreatment, the relative influence of emotional abuse was greater than physical abuse and neglect. Domestic violence had an impact on the Slope. Finally, it was confirmed that emotional abuse and domestic violence only had an interaction effect on the Slope. Based on the results of this analysis, the implications and suggestions of the research are described.

KCI등재

2가정폭력·아동학대 경찰대응 법제 개선방안 - 긴급임시조치로서의 퇴거 등 격리, 접근금지 조치의 실효성 확보방안을 중심으로 -

저자 : 박병욱 ( Park Byung-woog )

발행기관 : 한국경찰법학회 간행물 : 경찰법연구 16권 1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101-150 (5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Vom materiellen juristischen Wesen her ist die Polizeimasnahme zur Gefahrenabwehr anders als die zur Strafverfolgung. Dennoch in Korea die Masnahme bei der hauslichen Gewalt sind nicht als Verwaltungsakt oder Polizeiverfugung im Polizeigesetz, sondern als Justizakt im Spezialgesetz, wie Abwehrgesetz vor der hauslichen Gewalt geregelt. Zum Beispiel sind Wohnungweisung, Ruckkehrverbot solche Masnahme. In der Spezialgesetzgebung im Rahmen des hauslichen Geswaltschutzes gibt koreanische Gesetzgeber der repressiven Natur des Polizeihandelns den Vorrang, obwohl koreanisches Rechtssytem die Unterscheidung zwischen Gefahrenabwehr und Strafverfolgung kennt. Solche Masnahme der Polizei bei der hauslichen Gewalt gilt nicht direkt mit dem Polizeihandeln, sondern erst nach staatanwaltlicher Antragstellung und gerichtlichen Entscheidung. Wegen derleier gesetzlichen Konstellation bleiben die Opfer normalerweise 76 stundenlang vor gerichtlichen Entscheidung nach vorortigem Polizeihandeln ungeschutzt. Verstos gegen Wohnungsweisung, Ruckkehrverbot ist nicht mit der Strafe, sondern mit reinem Busgeld bedroht, nachdem es vom Gericht entschieden und gultig geworden ist. Reines Busgeld kann aber auch kein Grund fur strafprozessualen Festnahmerecht schaffen. Zuwiderhandlung des Gewaltaters gegen Polizeimasnahme bei der hauslichen Gewalt ist auch nicht mit dem sofortiger Zwang oder unmmitelbaer Zwang zu vollstrecken, weil es dafur kein genugender und klarer Rechtgrund im koreanischen Gesetz gibt. So gibt es weder im koreanischen Polizeigesetz noch im koreanischen Spezialgesetz. Koreanisches Polizeigesetz kann vagen und indirekten Grund zum Vollzug der Wohnungsverweisung und des Ruckkehrverbots reichen, denn die genannte Polizeimasnahme in der hauslichen Gewalt hat im Spezialgesetz ihre, also falsche Siedlung gefunden hat. Nur mit Zusammenspielen des Polizeigesetzes finden solche Masnahme im Spezialgesetz ihre Bedeutung und Grenze. Klageart und Antragsgegner sind auch unklar, wenn Opfer gegen nicht Angragstellung der Staatsanwalt verfahrensrechtliche Beschwerde einlegen will, obwohl die Polizei vor Ort Polzeiverfugung wie Wohnungweisung, Ruckkehrverbot erlassen hat. Klagerart: Feststellungsklage gegen Untatigkeit oder Anfechtungsklage gegen Justizakt ? Antragsgegner: Polizei vor ort oder Staatsanwalt ? Solche gesetzliche und verfahrensrechtliche Verwirrung geht darum, dass Polizeimasnahme wie Wohnungweisung, Ruckkehrverbot formell als Justizakt im koreanischen speziellen Gesetz geregelt ist. Wohnungweisung, Ruckkehrverbot kann ihre Wirkungen klar und effektiv entfalten, nur wenn sie im Polizeigesetz ihre Siedlung finden. Das passt mit dessem materiell-rechtlichen Charakter. Nur dann kann die polizeiliche Masnahme bei der hauslichen Gewalt an sich ihre passende Befugnis und Verantwortung ziehen.

KCI등재

3가정폭력 노출이 데이트폭력 가해에 미치는 영향 : 폭력허용도의 매개효과와 자아존중감의 조절효과

저자 : 김수민 ( Kim Su Min ) , 이창배 ( Lee Chang-bae )

발행기관 : 한국경찰학회 간행물 : 한국경찰학회보 86권 0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195-226 (3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연구는 데이트폭력 가해의 영향 요인 중 유년시절 가정폭력 노출에 초점을 두고 이 요인이 데이트폭력으로 발현되는 과정에서 어떠한 경로를 거치는지를 연구하였다. 구체적 경로를 분석함에 있어 사회학습이론과 일반긴장이론에 근거한 매개변수와 조절변수로 각각 폭력허용도와 자아존중감을 활용하였다. 분석자료는 2015년 한국형사정책연구원에서 실시한 「데이트 폭력 실태조사」 중 미혼 남성 2,000명을 대상으로 수집한 데이트폭력 가해실태에 대한 자료를 활용하였다. 분석결과, 첫째, 언어적ㆍ신체적 가정폭력 노출이 데이트폭력 가해와의 관계에 유의미한 직접효과를 보여주었으며, 폭력허용도는 두 변수 간 관계에서 유의미한 부분매개효과를 가지는 것이 발견되었다. 둘째, 자아존중감의 조절효과는 언어적 가정폭력 노출의 영향에서 유의미하였으며, 자아존중감이 낮은 집단에서 그 효과가 상대적으로 큰 것으로 나타났다. 마지막으로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가정폭력 및 아동학대에 대한 대책 수립 및 폭력에 대한 인식 교육, 자아존중감 향상 프로그램의 개입을 제언하였다.


This study focused on exposure to domestic violence in childhood and examined whether it influenced dating violence. In analyzing specific pathways, violence approval and self-esteem were used as parameters and control variables based on Social learning theory and General strain theory, respectively. The data were excerpted from the data of “Dating Violence Survey” collected from 2,000 unmarried men, conducted by the Korea Criminal Policy Research Institute in 2015. As a result, first, both verbal and physical domestic violence exposure had a direct effect on dating violence, and violence tolerance showed a statistically significant indirect effect, a partial mediating effect. Second, the moderating effect of self-esteem was significant in the relationship between exposure to verbal domestic violence and the dating violence. Finally, based on the results of the study, a wide range of measures for domestic violence and child abuse, education against violence, and intervention for self-esteem improvement programs were suggested.

KCI등재

4대인폭력 피해아동을 위한 외상중심치료 프로그램 내 가족개입 요소에 대한 체계적 문헌고찰

저자 : 정명신 ( Chung Myung-sin ) , 김기현 ( Kim Kihyun )

발행기관 : 한국피해자학회 간행물 : 피해자학연구 28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15-150 (3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대인폭력 피해아동 외상중심치료 프로그램 내 부모 포함 가족개입의 치료적 요소를 살펴보고 근거기반의 실천적 의미를 찾고자 체계적 문헌고찰을 실시하였다. 최근 10년 동안 수행된 21개 실험설계연구 문헌을 분석한 결과, 1) 프로그램의 이론적 측면에서는 주로 인지행동접근을 많이 사용하고 있었고; 2) 구조적 측면에서는 개별치료와 집단치료로 대별되었는데, 그 안에서 아동과 부모의 회기가 다양한 형태로 구성되었다. 가족개입의 치료적 요소는 총 13개 유형으로 나타났다. 외상을 이해하고 아동의 정서와 행동관리를 돕는 외상중심의 대처역량 증진 요소가 가장 많았으며, 의사소통 및 관계강화, 양육기술증진, 부모 스트레스 관리 등의 치료적 요소는 기능적, 관계적, 개인적 차원으로 범주화되었다. 부모는 아동의 치유와 회복을 위한 주요 지지체계이자 외상중심 개입의 협력 파트너이다. 그러나 국내에는 부모 등 가족 참여가 포함된 외상중심치료 프로그램 연구가 부재하였으며, 이에 본 연구는 가족을 포함한 외상개입 프로그램 개발과 효과성에 관한 본격적 연구의 필요성을 제안하고 실천적, 정책적 함의를 논의하였다.


This study examined the family intervention elements of trauma-focused therapy for interpersonal victimized youth in terms of theoretical backgrounds, structure, and treatment components, by a systematic literature review. An analysis of 21 experimental design researches conducted in the last 10 years(2000-2019) revealed that 1) CBT was mainly used in the theoretical aspect of the program; 2) individual and group therapy could be distinguished, which consist of variously formed sessions of children and parents. The treatment factors were 13 types, in which enhancing parent’s ability to cope with trauma was most common in trauma-focused therapy. The treatment factors of family intervention could be categorized into functional, relational and personal dimensions. Parents are major support systems in treating youths exposed to traumatic events. In the absence of data in domestic researches, this study suggests future research directions and discusses practical and policy implications.

KCI등재

5아동학대행위자 및 학대피해아동 유형화 및 관계에 대한 연구

저자 : 김세원 ( Kim Se Won ) , 이봉주 ( Lee Bong Joo ) , 김현수 ( Kim Hyun Soo ) , 유조안 ( Yoo Joan P. ) , 이상균 ( Lee Sang Gyun ) , 장화정 ( Jang Hwa Jung )

발행기관 : 한국가족사회복지학회 간행물 : 한국가족복지학 66권 0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115-146 (3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아동학대행위자 및 학대피해아동 특성에 따라 유형화하고 학대재발생 및 유형 간 관계를 설명하고자 하였다. 이를 위해 우리나라 국가아동학대정보시스템에 기록된 2012년-2016년 간 학대사례 26,605건을 대상으로 분석하였다. 분석결과 학대행위자는 ‘양육문제’ 집단(40.2%), ‘양육문제+스트레스+가정폭력’ 집단(15.6%), ‘가정폭력’ 집단(22.7%), ‘낮은 위험요인’ 집단(21.5%)과 같이 4개 집단으로 구분되었다. 학대피해아동은 ‘낮은 문제행동’ 집단(74.3%), ‘외현화 문제’ 집단(8.1%), ‘내재화 문제’ 집단(10.3%), ‘비행+학교부적응’ 집단(7.3%)으로 구분되었다. 이와 같이 구분된 학대행위자 및 학대피해아동 집단에 따라 학대 재발생 분포는 다르게 나타났다. 학대행위자가 복합적인 문제를 경험하고 있거나 학대피해아동이 외현화 문제가 있는 경우 학대 재발생 가능성이 높았다. 한편, 학대행위자가 ‘양육문제’ 집단이나 ‘양육문제+스트레스+가정폭력’ 집단에 속해 있는 경우 학대피해아동은 ‘내재화 문제’, ‘외현화 문제’ 집단으로 분류될 가능성이 높았다. 이러한 연구의 결과를 근거로 하여 아동보호서비스에 대한 실천적 제안을 하였다.


This study examined the characteristics and profiles of child maltreatment perpetrators and maltreated children who were reported from 2012 to 2016 in the National Child Maltreatment Information System. The number of cases studied was 26,605. Latent class analysis was applied in order to identify distinct abusive parents and maltreated children. The results showed four heterogeneous latent classes of child maltreatment perpetrators: “parenting problems group”(40.2%), “parenting problems+stress+domestic violence group”(15.6%), “domestic violence group”(22.7%), and “low level of risk group”(21.5%). There were four distinct classes of maltreated children: “low level of risk factors group”(74.3%), “external problem group”(8.1%), “internal problem group”(10.3%), and “delinquency+school maladjustment”(7.3%). The distribution of recurrence of child maltreatment was different depending on the latent classes of child maltreatment perpetrators and maltreated children. If a child maltreatment perpetrator had multiple problems or a child suffering from external problems, the likelihood of recurrence of child abuse and neglect was high. Meanwhile, if a child maltreater belonged to a parenting problem or parenting problems+stress+domestic violence group, the maltreated child was more likely to be classified in an internal or external problem group. Based on the results of this study, a practical proposal for child protection services was made.

KCI후보

6아동학대 예방을 위한 인성교육 프로그램이 예비유아교사의 학대인식, 인성, 교수효능감에 미치는 효과

저자 : 윤영배 ( Yun Young-bae ) , 유준호 ( Ryu Jun-ho )

발행기관 : 한국아동교육학회 간행물 : 아동교육 26권 4호 발행 연도 : 2017 페이지 : pp. 277-303 (2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예비유아교사들을 대상으로 한 아동학대 예방을 위한 인성교육 프로그램이 그들의 아동학대에 대한 인식, 인성, 교수효능감에 영향을 미치는지 알아봄으로써 예비유아교사에게 효과적인 아동학대 예방을 위한 인성교육 프로그램 운영의 실제를 제시하고자 한다. 본 연구는 경기도 소재4년제 유아교육학과 재학하고, ‘학교폭력예방 및 학생의 이해’ 과목을 수강하는 예비유아교사 42명을 연구대상으로 아동학대 예방을 위한 인성교육 프로그램을 15주 동안 실시하였으며, 예비유아교사에게 사전과 사후에 아동학대에 대한 인식, 인성 검사, 교수효능감 검사를 실시하였다. 연구결과 첫째, 본 인성교육 프로그램은 예비유아교사의 아동학대 인식향상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본 프로그램은 예비유아교사의 인성향상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마지막으로 본 프로그램은 예비유아교사의 교수효능감 향상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결과를 볼 때 본 프로그램은 예비유아교사의 아동학대에 대한 인식, 인성, 교수효능감 향상에 효과적일 것으로 기대된다.


This study investigates the effects of child abuse prevention education application to the class influence of pre-service early childhood teachers on perception of child abuse, personality self-evaluation, teaching efficiency.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focused on the change in perception of child abuse, personality self-evaluation, teaching efficiency. The participants in this study consisted of 42 pre-service early childhood teachers in the freshman year of university in Gyeonggi Province. This study had been conducted for 15 weeks in 'School Violence Prevention & Understanding of Student' subject. The results of this study are that the pre-service teachers revealed the changes in perception of child abuse, personality, teaching efficiency after 'School Violence Prevention & Understanding of Student' subject. First, this personality education program improve pre-service early childhood teachers' perception of child abuse. Second, this personality education program improve pre-service early childhood teachers' personality. Third, this personality education program improve pre-service early childhood teachers' teaching efficiency. Thus this child abuse prevention education was found to be more effective in the improvement of perception of child abuse, personality, teaching efficiency.

KCI등재

7아동학대에 대한 유교철학의 일고찰 - 학대당하는 자녀도 부모에게 효도해야 하는가? -

저자 : 李致億 ( Lee Chieok )

발행기관 : 한국유교학회 간행물 : 유교사상연구 79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35-158 (2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논문은 “학대당하는 자녀도 부모에게 효도해야 하는가?”라는 질문에 대한 문제의식에서 출발하여, ‘효’를 매개로 아동학대에 대한 유교철학의 입장을 제시한 글이다. 우리 사회에서 아동학대는 매우 심각한 수준이다. 2001년 2,606건이던 아동학대 의심사례는 매년 증가하여 2013년에는 10,000건, 2017년에는 30,000건을 넘어섰고, 2018년에는 33,532건이 신고 되었다. 2018년 신고 된 33,523건의 의심사례 중 73.4%인 24,604건이 아동학대의 사례로 판단되었다. 극단적인 경우 아동학대는 피학대 아동을 사망에 이르게 하는 심각한 결과를 가져온다. 아동학대는 좌절, 낙담, 우울, 두려움과 같은 부정적 감정을 야기하고, 이 부정적 감정들이 적절히 해소되지 못할 경우 약물남용, 폭력 등과 같은 반사회적 행동으로 나타날 수 있다. 효를 가장 기본적인 덕목으로 삼고 있는 유학사상의 관점에서 보자면 효의 문제는 누구도 피해갈 수 없으며, 학대받는 자녀도 예외가 될 수는 없다. 그러나 심각한 정신적·신체적 장애를 일으킬 수도 있고 심지어는 목숨이 위협 받을 수도 있는 아동학대의 피해자에게 효를 권고 또는 강요하는 것은 표면적으로는 적절하지 않아 보인다. 이에 본 논문에서는 효의 가장 중요한 의미를 ‘자기 자신의 존재에 대한 감사’에 있다고 규정하고, 두 가지 측면에서 효가 가능할 것을 제시하였다. 첫째, 『논어』·『효경』에 제시된 바와 같이, 효는 부모에게 무조건 순종하는 것을 의미하지 않으며, 특히 부모가 옳지 못한 판단과 행위를 하는 경우, 그것을 바로잡고 바른 길로 가도록 하는 것이 자식의 도리인 점을 밝혔다. 이로써 피학대자녀에게는 부모에 대한 일반적인 방식의 효도가 의무로 적용되지는 않는 근거가 마련된다. 둘째, 유학에서 말하는 효는 반드시 육친에 대한 효에 국한하지 않고, 존재의 근원인 천지자연에 대한 효를 포함한다. 따라서 피학대 자녀는 육친에 대한 직접적인 감사가 불가능하더라도, 일련의 치유과정을 통해 자기 자신의 삶을 실현하고 자신의 존재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가질 수 있다면 그 자체로 효를 실현하는 것이 될 수 있다. 요컨대 학대받는 자녀는 일반적인 효와는 방식을 달리할 뿐, 효라는 보편적인 덕목에서 완전히 벗어날 수는 없다고 하겠다.


This study begins with a question of “Should abused children should be filial to their parents?” This article presents the position of Confucian philosophy on child abuse by using filial duty. In our society, child abuse is very serious. The number of suspected child abuse cases increased every year from 2,606 in 2001, surpassing 10,000 in 2013 and 30 million in 2017, with 33,532 reported in 2018. Of the 33,523 suspected cases reported in 2018, 73.4% of cases were judged to be cases of child abuse. In extreme cases, child abuse has serious consequences that lead to the death of a child. In most of the cases, children develop negative emotions such as frustration, dejection, depression and fear. If these negative emotions are not properly resolved, anti-social behaviours such as drug abuse and violence can occur. From the perspective of Confucian thought, which uses filial duty as the most basic virtue, no one can avoid the problem of filial duty, nor can an exception be abused children. However forcing filial duty on children who have suffered severe mental and physical abuses does not seem to be ostensibly appropriate. Thus, this study defines that the most important meaning of filial piety is in ‘appreciation of one’s own existence’ and suggested that filial duty is possible in two respects. Firstly, as presented in 『the Analects』·『the Classic of filial duty』, filial duty does not mean unconditional obedience to parents. In particular, if parents make wrong decisions and do wrong things, it is their child’s duty to correct them and make them take the right path. As a result, there is a reason why the common practice of filial duty to parents is not mandatory for abused child. Secondly, the filial duty spoken in Confucianism does not necessarily confine itself to a blood relative parents, but includes filial duty to Mother Nature, the source of existence. Thus, even if direct appreciation of one’s own parents is impossible, the abused child can realize the filial duty in itself. Through a series of healing processes, one can fulfill one’s own life and have an appreciation for one’s own existence, that would fulfill the filial duty. In short, an abused child is not free from the universal virtues of filial duty, but attaining filial duty in different ways.

KCI등재

8가정안전을 위한 경찰 역할 강화방안

저자 : 조호대 ( Cho Ho-dae )

발행기관 : 한국융합과학회 간행물 : 한국융합과학회지(구 한국시큐리티융합경영학회지) 6권 4호 발행 연도 : 2017 페이지 : pp. 116-125 (1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연구목적: 가정폭력은 폭력이 일어난 그들 가족만의 문제가 아니다. 이제는 국가가 체계적으로 관리해야할 문제인 것이다. 대한민국 헌법 36조 1항을 보면 ‘혼인과 가족생활은 개인의 존엄과 양성의 평등을 기초로 성립되고 유지되어야 하며 국가는 이를 보장해야한다.’라고 명시되어 있다. 폭력이라는 행위를 통해 개인의 존엄을 무너뜨리는 가정 폭력을 이제는 국가가 나서서 보호해야하며 그 최일선에는 경찰이 있어야 할 것이다. 지역사회를 기반으로 하는 적극적인 예방활동과 대응에 있어서 각 기관 및 시민단체들과의 협업에 있어서 경찰의 주도적인 역할이 필요한 때이다. 이를 위하여 경찰 역할에서의 문제점을 살펴보고 그에 따른 강화방안을 도출하는데 연구의 목적이 있다. 연구방법: 실제 2016년에 여성과 노인, 아동 등과 같은 사회적 약자의 안전에 대한 경찰 활동이 집중되고, 여성범죄예방을 위해 경찰력을 집중 투입하였음에도 불구하고 가정폭력은 우리 사회에서 오히려 줄어들지 않고 증가하는 추세를 보이고 있음을 고려할 때, 가정폭력의 위험성을 다각적으로 인식하고 더 이상 방치하거나 외면해서는 안된다. 따라서 본 연구는 공식적인 통계자료를 통한 가정폭력의 현황 분석을 통해 가정안전을 지키기 위한 경찰의 역할 강화방안을 도출하기로 한다. 결론: 경찰은 우선적으로 가정폭력에 대한 국민과 경찰관의 인식개선, 강화된 전문 교육을 받은 가정폭력 전담경찰관 인원 증원, 긴급임지조치 위반 가정폭력 가해자에 대한 강제력 행사와 같은 역할 강화를 통해 가정안전을 지키기 위한 역할을 주도적으로 해나가야 한다.


Pupose: Domestic violence is not a problem only for those families who have experienced violence. The problem is now a need for systematic management in the nation. Article 36 (1) of the Constitution of the Republic of Korea stipulates that 'marriage and family life shall be established and maintained on the basis of individual dignity and equality of manners, and that the state shall guarantee this.'. Since domestic violence harms the dignity of individuals, so now the state should protect and the police should be at the forefront. It is time for the police to take a leading role in the collaboration of NGOs and agencies in active community-based prevention and response. The purpose of this research is to examine the problems in the role of police and to draw up strengthening plans accordingly. Methods: In 2016, police officers focused on the safety of women, such as women, senior citizens, and children, focusing on police force to prevent crimes against women. In our society, however, the domestic violence has increased rather than decreasing. Given this, one should not recognize the dangers of domestic violence and no more disregard or neglecting. Therefore, the research, aims to determine the role of police to safety home security through analyzing domestic violence through official statistical data. Conclusion: Police should first increase the awareness of the public and police about domestic violence and increase the number of domestic violence officers who have been strengthened and professionally educated about domestic violence. And the domestic violence perpetrator who violates the emergency interim measures should play a leading role in protecting the family safety through strengthening roles such as forcing.

KCI등재

9청소년의 아동기 학대 경험이 데이트 폭력 가해행동에 미치는 영향: 폭력 허용도 매개효과

저자 : 서윤주 ( Yunju Seo ) , 박선태 ( Suntae Park ) , 원유나 ( Yuna Won )

발행기관 : (사)아시아문화학술원 간행물 : 인문사회 21 11권 5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951-962 (1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청소년의 아동기 학대 경험, 폭력 허용도와 데이트 폭력 가해 행동과의 관계를 살펴보고 아동기 학대 경험과 데이트 폭력 가해 행동에 폭력 허용도가 매개효과가 있는지 살펴보았다. 본 연구를 위해 S시와 P시의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하였다. SPSS 22.0을 이용하였으며, 인구통계학적 특성을 확인하기 위해 빈도 분석 및 기술통계를 실시하였다. Cronbach’s α 계수를 이용하여 신뢰도 분석과 주요변인의 기술통계를 실시하였다. 변인 간 상관관계를 파악하기 위해 Person의 상관분석을 실시하였다. 아동기 학대 경험과 데이트 폭력 가해 행동과의 관계에서 폭력 허용도의 매개효과를 알아보기 위해 위계적 회귀분석을 하였으며, 통계적 유의성 검증을 위해 Sobel-test를 실시하였다. 분석한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청소년의 아동기 학대 경험은 데이트 폭력 가해 행동에 정(+)적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청소년의 아동기 학대 경험은 폭력 허용도에 정(+)적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셋째, 청소년의 아동기 학대 경험과 데이트 폭력 가해 행동과의 관계에서 폭력 허용도가 매개효과를 보였다. 이러한 연구 결과는 청소년의 데이트 폭력의 예방 및 대처를 위한 효과적인 개입 방법의 이론적 기반이 될 것으로 사료된다.


This study looked at the relationship between teenagers’ experiences of child abuse, violence tolerance and dating violence behavior, and looked at whether childhood abuse experience and dating violence behavior had a mediating effect. For this study, a survey was conducted on high school students in S and P cities. SPSS 22.0 was used and frequency analysis and technical statistics were performed to identify demographic characteristics. Reliability analysis and technical statistics of major variables were conducted using the Cronbach’s α coefficient. A person’s correlation was conducted to determine the correlation between the variables. Hierarchical regression was performed to identify the mediated effects of violence tolerance in relation to childhood abuse experience and dating violence behavior, and a Sobel-test was conducted to verify statistical significance. The results of the analysis are as follows. First, juvenile abuse experiences in childhood have been shown to have a positive influence on dating violence behavior. Second, juvenile abuse experiences in childhood have been shown to have a positive effect on violence tolerance. Third, violence tolerance in relation to juvenile abuse experience and dating violence behavior showed a mediating effect. These findings are believed to be the theoretical basis for effective intervention methods for the prevention and response of dating violence in adolescents.

KCI등재

10아동학대 사안에서의 경찰의 개입범위와 한계에 관한 소고

저자 : 김혁 ( Kim Hyeok )

발행기관 : 한국외국어대학교 법학연구소 간행물 : 외법논집 42권 1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471-492 (2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아동은 부모의 소유물이 아닌 기본권의 주체로서 존중받아야 함과 동시에 정상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보호받아야 하는 존재이기도 하다. 아동학대는 아동의 권리와 존엄성을 짓밟는 행위로서 국가가 적극적으로 나서야 한다는 인식하에, 아동복지법은 아동학대의 예방 및 피해아동의 보호를 위한 각종 조치를 마련하고 있고, 아동학대처벌법은 아동학대범죄에 대한 사법적 개입을 통해 행위자를 처벌하고 피해아동을 구조하기 위한 절차를 규정하고 있다. 아동학대의 대부분은 부모에 의해 가정 내에서 발생하고 있고, 아동학대에 대한 신고 및 개입은 주로 아동보호전문기관과 경찰에 의해 이루어지고 있다. 경찰은 아동학대의 예방 및 현장출동, 사후조치에 이르기까지 광범위한 영역에서 활동하고 있는데, 법체계의 비일관성, 현장출동 및 출입조사과정의 문제점 등으로 효과적인 법집행에 어려움을 겪고 있고, 기관간의 협력을 통한 업무의 한계설정이 제대로 되어 있지 않아 아동학대에 있어서의 기관의 성격과 전문성을 간과한 채 경찰 스스로 자신의 임무와 역할을 지나치게 확장하고 있다. 아동학대 문제에 효과적으로 대처하기 위해서는 아동복지법, 아동학대처벌법, 청소년보호법, 가정폭력처벌법, 가정폭력방지법 등 각종 법률에 산재, 중복 규정되어 있는 내용을 정비하고, 법집행의 실효성을 확보할 수 있는 장치를 마련함과 동시에, 기관간 협업을 통한 통합적 접근을 염두에 두고 경찰은 그러한 협의체 속에서 초기 대응과 아동학대범죄수사에 전념하고, 자치단체와 아동보호전문기관이 피해아동에 대한 보호 및 가족관계의 회복을 위한 각종 지원 업무를 담당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A child must be respected as a subject of fundamental rights, not the property of parents, as well as must be protected so that he can grow into a healthy person. Child abuse is an act that tramples the rights and dignity of a child. Under this recognition, the Child Welfare Act provides various measures for the prevention of child abuse and the protection of the victimized children. The Act on Special Cases Concerning the Punishment, etc. of Child Abuse Crimes also stipulates procedures for punishing actors and for rescuing victims through judicial intervention in child abuse crimes. The majority of child abuse occurs in the home, and reporting and intervention of child abuse is primarily carried out by child protection agencies and police. In particular, the police are actively involved in a wide range of areas, from prevention of child abuse, to on-the-spot response and follow-up measures. However, due to problems in the legal system, it is difficult to enforce their authority properly, and the police themselves have over-extended their duties and have failed to respond child abuse cases effectively. In order to effectively cope with child abuse problems, it is necessary to arrange contents that are scattered in various laws. In addition, with an integrated approach through institutional collaboration, the police should concentrate on initial response and child abuse crime investigation rather than welfare support for children.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