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논문

Data Report>이슈논문

이슈 키워드 논문 TOP10

이슈논문
| | | | 다운로드

KCI등재

1베이비붐 시기 프랑스의 라마즈 분만법 확산과 쇠퇴 -의료인문학의 시각-

저자 : 민유기 ( Min You-ki )

발행기관 : 한국서양사학회 간행물 : 서양사론 145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43-76 (3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글의 목적은 전후 베이비붐 시기 프랑스에서의 라마즈 분만법 성장과 쇠퇴 원인을 분석하는 것이다. 소련에서 발명된 정신생리학 혹은 정신예방 무통분만은 1952년 의사 라마즈에 의해 프랑스에 도입되었다. 프랑스공산당은 과학성과 사회적 관계성을 강조하며 이 분만법을 적극적으로 선전했다. 가톨릭교회도 출산증진주의 입장에서 1956년부터 이 분만법을 지지했다. 여성의 능동적, 의식적 출산준비를 중시하기에, 이 분만법은 여성주의 활동가들에게도 환영을 받았다. 그러나 1968년 이후 급진적 여성주의 활동가들은 무통분만법이 권위주의와 가부장적 가족 논리와 관련성이 있다고 비판하였다. 출산에 관한 사회적 관심을 중시했던 프랑스공산당의 영향력도 쇠퇴했다. 무엇보다 여성의 자기결정권이 증가했고, 산모들은 점점 무통분만 보다 산고 제거에 효과가 컸던 경막외 마취주사를 선호하였다. 라마즈 분만법의 성장과 쇠퇴는 출산에 관한 사회적 인식의 변화와 여성의 자기결정권 확대를 보여준다. 아울러 의료의 과학성과 사회적 관계성의 조화를 위한 의료인문학적 성찰의 기회를 제공한다.


The purpose of this paper was to analyze the cause of the growth and decline of the Lamaze method during the post war period in France. Childbirth without pain applying pschophysiology or psychoprophylaxis was developed in the Soviet Union, and was introduced to France in 1952 by Dr. F. Lamaze. The French Communist Party advertised the method aggressively, focusing on its scientific aspect and the matter of social relations. In accordance with the natalism, the Catholic Church also supported this method. The feminists at first approved the method, because women’s active and conscious birth preparation was important to them. After 1968, however, they expressed concerns about its authoritative and patriarchal characters. The French Communist Party became less influential by this time, and so was their assertion for the need of social interest about birth. Above all, women acquired more autonomy and the mothers-to-be preferred the epidural administration as medical technology advanced. The historical analysis of the Lamaze method shows the change in social understanding of birth-giving and the growing extent of women’s autonomy. It also provides an opportunity to consider the humanization of medicine, that is, bringing science of medicine and social relations together. (Kyung Hee University / solidarite@khu.ac.kr)

KCI등재

2모아건강 증진을 위한 바코드 기반의 기증모유 표준화 질 관리시스템의 디자인 구축 및 평가도구 개발

저자 : 오남수 ( Nam Soo Oh ) , 한원호 ( Won Ho Hahn ) , 박현순 ( Hyunsoon Park ) , 강남미 ( Nam Mi Kang )

발행기관 : 한국디자인트렌드학회 간행물 : 한국디자인포럼 67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215-227 (1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연구배경 모유는 영아에게 영양, 질병예방 및 성장발달 측면에서 많은 이점이 있음에도 불구하구 모유부족으로 모유수유가 중단되어야 하는 경우가 있다. 이러한 영아에게 WHO는 저온살균 기증모유를 권장하고 있다. 이에 모유의 효과적이고 안전한 공급을 위해 모유은행이 전세계적으로 설립되어 매우 활발하게 운영되고 있다. 모유은행이 안전하고 효율적으로 운영되기 위하여 기증자선정, 수거, 저장, 처리, 수혜자 선정 및 배포에 있어서 각 국가별 특성을 반영한 관리 방법이 요구되고 있으나, 우리나라는 모유은행 관리방법이 공식적으로 확립되어 있지 않은 상태이다. 이에 본 연구는 안전성을 보장하고 산모와 지역사회 보건의료시설이 쉽게 접근 가능하게 하는 바코드 기반의 기증모유관리 시스템을 통한 모유은행 표준 관리 시스템을 개발하는데 목적이 있다. 연구방법 국내 모유은행 실태, 기증자 및 수혜자 요구에 관한 문헌고찰 등의 사전연구를 통해, 한국형 모유은행 설립에 필요한 사항을 탐색하였다. 또한, 이를 토대로 도출한 국내 특성을 반영한 바코드 기반 모유 관리 및 추적 시스템의 내용을 설계 디자인하였다. 연구결과 모유은행의 안전성과 접근가능성이 한국 산모들에게 가장 중요한 문제점으로 나타났다. 이에 모유은행의 지역화 기능을 향상시키도록 바코드를 활용한 모유트래킹 관리시스템을 개발하고, 한국 산모의 요구에 맞는 개념적 바코드 라벨 시스템을 내용설계 하였다. 또한, 모유은행 기증 모유의 안전에 대한 우려를 최소화하기 위해 기증부터 수혜까지 추적 가능한 바코드 트래킹추적 관리시스템을 적용하여 개발하였다. 결론 모유은행 기증모유의 모아건강에서의 효과, 기전 및 활용 평가를 위하여 한국형 모유은행 관리를 위한 체계적인 표준 프로세스와 바코드 라벨 디자인이 개발되었다. 본 시스템이 한국 모유은행의 지역형 모델을 위한 가장 적합한 디자인일 것으로 판단되며, 본 모델을 바탕으로 한 한국형 모유은행의 활성화와 효율적 운영을 기대한다.


Background Human milk (HM) is well known to have lots of advantages for infants in nutritional, protective, and developmental aspects. However, some of infants are not accessible to their own mothers’milk. WHO strongly recommended the pasteurized donor milk as the first option for such infants. For the effective and safe supply of pasteurized donor milk, numerous HM banks are established and very actively operating globally. In the HM banks, very specialized methods are warranted including the donor selection, collection, storage, processing, recipient selection, and distribution. Unfortunately, the HM bank is not active and even officially established in Korea. The aim of the current study is to find and to recommend a standardized system ensuring the safety and easily acceptable to Korean mothers and general health care facilities in Korea. Methods We reviewed the literatures and the previous surveillance studies for the issues on the Korean HM banks to explore the requests on the establishment of HM bank in Korea. Following the review results, the authors designed the barcode-based HM bank management and tracking system suitable in Korea. Result In the previous studies, the safety and accessibility of HM bank were the most important issues for the Korean mothers. To minimize the concerns on the safety of donated HMs, the tracking system from the donor to the recipients was applied. Moreover, the system was optimized to enhance the function of the localization of the HM banks. conceptual barcode label system was developed to meet the Korean mothers’ requests. Conclusion The barcode-based standardized HM bank manage system for Korean HM bank was developed. The system would be most appropriate design for localization model of Korean HM bank. We hope this novel model would help for the activation and effective operation of HM bank in Korea.-This research was supported by Basic Science Research Program through the National Research Foundation of Korea(NRF) funded by the Ministry of Education(No.2017R1D1A1B03034270); This work was supported by the National Research Foundation of Korea(NRF) grant funded by the Korea government. (MSIT) (No.2020R1A2C1005082).

KCI등재

3출산 후 산모들의 주관적인 신체 평가에 대한 연령과 분만방식에 따른 분석

저자 : 하수진 ( Su-jin Ha ) , 황덕상 ( Deok-sang Hwang ) , 이진무 ( Jin-moo Lee ) , 장준복 ( Jun-bock Jang ) , 이창훈 ( Chang-hoon Lee )

발행기관 : 대한한방부인과학회 간행물 : 대한한방부인과학회지 33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63-76 (1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Objectives: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compare postpartum symptoms of 528 women by age groups and delivery method through health questionnaires of postpartum care center. Methods: From January 2018 to December 2018, we statistically compared the 528 women’s postpartal symptoms who divided into 4 age groups using SPSS Statistics 21.0 program. Results: There were no differences in weight changes, gestational age and degree of subjective discomfort by age (p>.05). On the other hand, parity, fetal weight and delivery method were statistically associated with age (p<.05). Especially the rate of cesarean delivery was increased with age. Degree of feeling dyspepsia and edema was higher in cesarean section delivery group (p<.05). Also, as the weight increased by 1 kg during pregnancy, the degree of feeling postnatal edema increased by 0.204 (β=0.204, t=4.204, p<.05). Conclusion: This study showed that age itself will not affect postpartum symptoms alone. Instead it is necessary to consider post-cesarean delivery symptoms for advanced maternal age.

KCI등재

4산후출혈 산모 간호 시뮬레이션 교육 프로그램의 효과

저자 : 김미옥 ( Miok Kim ) , 하주영 ( Juyoung Ha )

발행기관 : 한국여성건강간호학회 (구 여성건강간호학회) 간행물 : KJWHN(여성건강간호학회지) 26권 1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9-27 (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Purpose: This study was conducted to develop a simulation-based postpartum care education program for women with postpartum hemorrhage and to verify the effects of the program on postpartum care. Methods: This program was developed according to the ADDIE model of instructional system design, which consists of analysis, design, development, implementation, and evaluation phases. This quasi-experimental study used a non-equivalent control group pre- and post-test design, and data were collected from April 23 to May 4, 2015. To verify the effects of the program, 33 nursing students in the experimental group participated in a simulation program, whereas 31 students in the control group were given a case study. Results: The experimental group had statistically significantly higher scores for clinical performance (t=-4.80, p<.001), clinical judgment (t=-4.14, p<.001), and learning satisfaction (t=-10.45, p<.001) than the control group. Conclusion: The results of this study indicate that the simulation-based postpartum care education program for women with postpartum hemorrhage was effective for developing students’ competency, implying that a similar program should be integrated into the clinical training component of the maternal nursing curriculum.

KCI등재

5산욕 초기 산모의 모유 속 중금속 함량과 관련 요인

저자 : 이은주 ( Eunjoo Lee ) , 박해룡 ( Hae-ryong Park ) , 김기호 ( Geeho Kim )

발행기관 : 한국모자보건학회 간행물 : 한국모자보건학회지 24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85-95 (1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Purpose: As industries develop rapidly, the risk of heavy metals pollution and exposure in the environment and food is increasing. Even the slightest amount of heavy metals can be harmful to the human body, especially in newborn babies. This study aimed to estimate the heavy metals content in breast milk and identify related factors. Methods: Thirty-nine lactating mothers admitted to the postpartum care center in Changwon city between July 15 and September 20, 2019 were recruited. Barium, cadmium, cobalt, nickel, and lead concentrations in breast milk were measured using an inductively coupled plasma-optical emission spectrometer. Collected data were analyzed using independent t-test, 1-way analysis of variance, Mann-Whitney U-test, Kruskal-Wallis test, and Pearson correlation coefficients. Results: The average concentration of heavy metals in breast milk (mg/kg) were as fellow: barium, 3.68± 1.29; cadmium, 0.03±0.06; cobalt, 0.10±0.19; nickel, 0.22±0.27; and lead, 0.13±0.26. There was a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lead concentration and monthly household income (t=2.46, p=0.019). There was a difference between a family history of diabetes and hypertension and barium concentration (t=1.97, p=0.056) and between smoking history and nickel concentration (t=-1.95, p=0.058), but they were not statistically significant. A significantly positive correlation was observed between cobalt and cadmium concentrations (r=0.93, p<0.001), and a significant negative correlation was observed between nickel and cadmium concentrations (r=-0.40, p=0.010) and cobalt concentration (r=-0.46, p=0.003). In addition, lead concentration showed a significant negative correlation with age (r=-0.39, p=0.013). Conclusions: Guidelines for safe levels of heavy metals concentrations in breast milk need to be established and lactating mothers should consider the risk factors related to heavy metals poisoning such as dietary intake, smoking, and alcohol consumption.

6임신성 당뇨병 산모의 가족 유형과 올바른 가족의 태도

저자 : 최지민 ( Ji Min Choi )

발행기관 : 대한당뇨병학회 간행물 : 당뇨병(JKD) 21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98-103 (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What this social worker learned from more than a decade of training and counseling on anxiety, depression, and stress factors felt by pregnant women diagnosed with diabetes was that diabetes itself had a large impact on families as well, so the impact of diabetes could be classified as a “family disease,” whether positive or negative. While training at the site (hospital), most of the time, rather than receiving direct questions from mothers or their families, social workers were told about the difficulties that mothers reported, which included that many people wanted to educate their families about their disease. In fact, most mothers who participated in education had big and small difficulties in these areas. Therefore, we learned that effective diabetes management requires active family cooperation and that positive interactions between pregnant women and their families are necessary.

KCI등재

7대리모계약의 효력과 모자관계 결정 - 서울가정법원 2018. 5. 18. 자 2018브15 결정을 계기로 하여 -

저자 : 최성경 ( Choi Seong-kyung )

발행기관 : 홍익대학교 법학연구소 간행물 : 홍익법학 21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341-375 (3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대상결정은 대리모계약의 효력과 대리모를 통하여 출생한 자와의 모자관계 결정기준을 정면으로 다룬 첫 번째 결정이다. 이 결정은, 출산대리모계약을 체결하고 대리모가 출산한 아이를 의뢰부모가 자신들의 이름을 기재하여 출생신고하면서, 대리모가 모의 이름으로 기재되어 있는 출생증명서를 첨부서류로 제출하자, 가족관계등록공무원이 출생신고서에 기재된 모의 이름과 출생증명서 상의 모의 이름이 일치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불수리한 것에 대한 것이다. 이 불수리처분에 대하여 불복 신청을 하였으나, 1심 법원은 이를 각하하였다. 이에 대하여 신청인은 생명윤리법이 금지하는 영리 목적의 대리모계약도 아니며, 수정란을 착상하는 방법에 의한 대리모의 경우 법률상 금지된 것도 아니므로, 1심법원의 판단은 부당하다고 주장하면서 항고를 하였고, 2심법원인 서울가정법원은 대리모계약에 대한 판단을 하게 되었다. 법원은 우리 민법상 모자관계의 결정기준인‘모의 출산사실’이 대리모출산의 경우에도 그대로 적용되어야 한다는 점을 밝히면서 난자를 제공한 사람은 민법상‘친양자 입양’을 통하여 법적 친자관계를 가질 수 있다고 하였다. 또 부부의 정자와 난자로 만든 수정체를 다른 여성의 자궁에 착상시킨 후 출산케 하는 이른바 ‘출산대리모’도 우리 법령의 해석상 허용되지 아니하며, 이러한 대리모를 통한 출산을 내용으로 하는 계약은 선량한 풍속 기타 사회질서에 위반하는 것으로써 민법 제103조에 의하여 무효라고 판단하였다. 이에 대하여 대법원에 재항고하였으나, 이후 재항고를 취하하여 위 결정은 확정되었다. 이 연구에서는 법원의 이 결정과 관련하여, 대리모의 의의와 각국의 입법례를 정리해보고, 대리모와 관련된 사안이 다뤄진 우리 사법부의 동향 및 학계의 논의를 검토하여 본다. 이후 대리모계약은 무효라는 입장에서, 입법 등으로 허용하자는 견해에 반대하는 사견을 밝힌다. 대리모계약이 허용되지 않더라도 여전히 대리모를 통한 아동이 출생할 가능성이 있는데, 그러한 경우 아동의 모(母)의 결정에 대하여는 출생시에는 출산모(대리모)가 모가 되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다만 대리모를 통한 출생아의 모의 결정은 두 단계로 나누어 볼 필요가 있다. 즉 아동은 출생시에는 출산한 모가 모(母)로 인정되어야 한다. 그리고 이것은 사적 자치로 달리 정할 수 없다. 이후 양육단계에서부터는 - 그 시간적 간격이 출생시로부터 매우 짧더라도- 사적자치가 관여할 수 있는 단계로 친양자 제도 등을 통해 양육에 적합한 자가모(母)로 될 수 있다. 그리고 이 단계에서 법원은 부모의 지위를 얻으려고 의도했던 노력, 아동의 성장에 필요한 환경, 가족 구성의 원만함 등의 특별한 사정도 감안하여 아동의 최선의 이익과 복리를 고려하여 간섭할 수 있다. 대상결정은 위와 같은 검토사안에 비추어 보아 대리모계약의 유효성에 대한 판단이나, 모의 결정 등이 모두 타당한 의미 있는 결정이다.


This court rule was the first decision on the mother-child relationships decision criteria on a child born by surrogate mother and on the effect of surrogate contract. In this case, a married couple made contract on surrogacy and tried to register the baby under their names with the birth certificate written under surrogate mother as mother. The registrar refused to accept it. Father insisted this is not commercial surrogacy contract banned by Bioethic law, neither is it illegal to implant fertilized egg to surrogate refusing to take the first decision court order. Thus, he made an appeal to the Seoul Family Court. The court made a decision that the mother-child relationships decision criteria of ‘mother giving birth should be mother’ should be applied to it and accordingly the mother supplied egg could still be mother by adoption by Civil Law. On the other hand, gestational surrogate by implanting fertilized egg by other couple is not allowed by law and void by Civil Law§103. In this study, the meaning and laws relating surrogate mother of other countries and the discussion of the court and scholars are reviewed. This study has a view that surrogacy contract is void and it does not need to be allowed. On the birth of a child, without delay, gestational mother should be appointed as mother without private rule. In the next step, the private rule could be applied by judging appropriate mother in raising the child by adoption system. In this step, court could consider the endeavor to become father and mother, the environment to the child and the harmony of the family to intervene for the benefit of the child. This court rule was reasonable both on the effect of the surrogate contract and above discussion as well.

KCI등재

8출산 후 산모의 양육스트레스와 산후 우울의 관계에서 자아존중감의 매개효과

저자 : 석소원 ( Sowon Suk ) , 윤명숙 ( Myeongsook Yoon )

발행기관 : (사)아시아문화학술원 간행물 : 인문사회 21 11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343-358 (1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출산 후 산모의 양육스트레스와 산후 우울 간의 관계에 미치는 자아존중감의 매개효과를 검증하고자 하였다. 연구대상은 전라북도 G시 지역에 거주하고, 산후조리원에서 조리 중인 출산 후 2~8주 이내의 여성 260명이며, 연구모형 분석을 위해 SPSS 20.0와 AMOS 22를 사용하여 매개효과를 검증하였다. 주요 연구결과는 다음과 같다. 출산 후 산모의 양육스트레스가 높으면 산후 우울 수준이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자아존중감이 양육스트레스와 산후 우울의 관계에서 유의미한 부분매개 효과가 있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즉, 산모의 양육스트레스가 높으면 부정적 자아존중감이 높아지고 산후우울에 부정적 영향을 미치는 것을 나타냈다. 연구결과에 근거하여 출산 후 여성의 산후우울을 낮추기 위해 양육스트레스를 완화하고 긍정적 자아존중감을 증진시키기 위한 실천적 제언을 하였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verify the mediating effects of self-esteem in the relationship between maternal parenting stress and postpartum depression. The subjects of this study were 260 women who were within 2-8 weeks of childbirth in postpartum care center. For the analysis of this research, SPSS 20.0 and AMOS 18. were conducted. The main result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First, the higher the parenting stress of mothers after childbirth, the higher the postpartum depression level. Second, self-esteem had a significant partial mediating effect on the relationship between parenting stress and postpartum depression. The higher the parenting stress of mothers after childbirth, the higher the level of negative self-esteem and the negative effect on postpartum depression. It is very important to alleviate parenting stress and raise positive self-esteem in order to lower postpartum depression of women after childbirth.

KCI등재

9여성의 우울에 관한 국내 음악치료 연구 동향: 2000년-2018년

저자 : 최경화 ( Gyeonghwa Choi )

발행기관 : (사)아시아문화학술원 간행물 : 인문사회 21 11권 1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463-478 (1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연구의 목적은 우울여성을 대상으로 우울감소를 위해 음악을 사용한 국내 연구동향을 분석하여, 향후 연구방향을 제시하는 것이다. 연구대상은 2000년부터 2018년까지 여성우울에 관한 25편의 논문이다. 대상자는 중년여성ㆍ노인ㆍ산모ㆍ이주여성 등이며 중년여성이 가장 많았다. 프로그램은 12회기, 10회기가 가장 많았으며 연구방법은 실험연구 21편, 단일대상연구 3편, 단일사례연구 1편이다. 평가도구는 우울척도, 자아존중감척도, 스트레스검사, 불안척도, 삶의질척도의 순이다. 음악활동은 노래부르기, 음악감상, 노래만들기, 악기연주, 즉흥연주, 동작 순이며 노래부르기와 음악감상을 가장 많이 사용하였다. 종속변인은 우울감소, 자아존중감향상, 스트레스해소에 효과가 있었다. 연구결과, 다양한 음악활동은 모든 대상자의 우울을 감소시키고 자아존중감을 향상시킬 수 있는 도구가 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었다. 이러한 연구결과를 토대로 이 연구의 시사점과 제한점을 논의하였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present future direction of research by analyzing the trends of domestic research using music to reduce depression for women. The study target is 25 papers on women who are depressed from 2000 to 2018. The subjects are middle-aged, elderly, pregnant, and immigrant women etc. Middle-aged women accounted for the most. The program had the largest number of 12 sessions and 10 sessions. The research methods are 21 experimental studies, three single-target studies, and one single case study. Evaluation tools are in order of depression, self-esteem, stress tests, anxiety measures, and quality of life. Music activities are singing, listening to music, making songs, playing musical instruments, improvising, moving, and using the most songs and listening to music. Dependent variables were effective in depression, self-esteem, and stress relief. Studies have shown that the various types of music therapy can be a tool to reduce depression and improve self-esteem among all subjects. Based on these findings, the implications and limitations of this study were discussed.

10IMM-10 : 35세 이상 산모에 대한 산전태아이상 선별검사의 다운증후군 양성률 평가

저자 : 오택민 , 김재경

발행기관 : 대한임상병리사협회 간행물 : 임상면역검사학회 초록집 2019권 1호 발행 연도 : 2019 페이지 : pp. 159-159 (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키워드 보기
초록보기

배경 최근 사회적 혹은 환경적인 영향으로 결혼 연령이 점차 늦어지고 있는 추세이다. 이에 따라 산모의 출산 연령도 높아지는 추세이고 여러 형태의 기형아 출산의 빈도 또한 증가하여 산전 기형아 검사에 대한 관심도 증가하게 되었다. 본 연구에서는 Triple test, Quad test, Integrated test, Sequential test를 시행한 전체 산모 중에서 일반산모와 35세이상의 고령산모의 다운증후군 양성률을 평가하고자 하였다. 방법 연구대상은 2018년 1월부터 2018년 12월까지 Triple test, Quad test, Integrated test, Sequential test를 시행한 34242명의 산모들을 대상으로 하였다. 임신초기(10주~13주)에 초음파로 목덜미 투명대를 측정하고 산모혈청의 PAPP-A, free β hCG값 그리고, 임신중기(14주~22주)에 AFP, uE3, hCG, inhibin A값을 측정하여 HIT WEB프로그램으로 전체 산모의 다운증후군 양성률과 35세미만, 35세이상의 산모 비중에 따른 다운증후군 양성률을 평가하였다. 결과 대상산모는 Triple test 185명 Quad test 3629명 Intergrated test 18319명 Sequential test 13690명이며 각 36명 408명 1441명 924명이다운증후군 양성을 보였고 이중 35세이상의 산모는 105명 1293명 5307명 3797명 이었으며 각 29명 267명 735명 498명으로 다운증후군 양성을 보였다. 이와 같이 전체 산모의 다운증후군 총양성률은 각 19.5% 11.2% 7.9% 6.7%로 나타났고 35세미만의 산모는 3.8% 3.9% 3.5% 3.1%의 양성률을 보이는 반면 35세이상의 산모는 15.7% 7.4% 4.4% 3.6%의 보다 높은 양성률을 보였다. 결론 출산율의 저하 및 다양한 원인들에 의해 고위험 임신 산모의 수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이에 생화학적 표지물질을 이용한 다운증후군 선별검사는 고위험산모들에게 필수적인 검사가 되었고 본 연구에서는 출산연령이 높을수록 다운증후군 위험도가 증가하게 된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어 이러한 자료는 많은 예비 산모들에게 유용한 자료가 될 것으로 사료된다.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