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논문

Data Report>이슈논문

이슈 키워드 논문 TOP10

이슈논문
| | | | 다운로드

KCI등재

1통합오염관리의 발전과 환경규제의 적정성 - 유럽의 통합오염관리법제와의 비교를 중심으로 -

저자 : 최승필 ( Choi Seung Pil )

발행기관 : 한국환경법학회 간행물 : 환경법연구 38권 3호 발행 연도 : 2016 페이지 : pp. 37-63 (2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일정규모 이상의 사업장인 경우 오염원을 매체별로 관리하는 것보다는 이를 통합하여 관리하는 것이 보다 효율적이라는 개념에서 통합오염관리가 시작되었다. 통합오염관리가 되면 그간 매체별 관리에 비해 인허가 절차가 간소화되고 인허가 과정에서의 협의 및 참여절차가 확대된다. 통합오염관리의 가장 핵심적인 것이 최적가용기법(BAT)이다. 최적가용기법을 통해 규제대상의 규모와 특성에 맞는 유연성 있는 규제가 가능하게 되었다. 통합오염관리개념은 1991년 OECD의 권고에서도 찾아볼 수 있다. 유럽연합은 1996년 높은 수준의 환경보호를 목적으로 하는 `통합오염예방 및 관리(IPPC)에 관한 지침`을 제정하였다. 주요내용은 환경매체의 통합적 검토, 환경상 중대한 위해를 가하지 않을 의무와 사전배려, 최적가용기법의 적용, 허가 등의 정보에 자유롭게 접근 그리고 이를 통한 주민참여이다. 영국은 통합오염관리개념을 최초로 검토한 나라이며, 1990년에 환경보호법(EPA)을 통해 이를 법제화하였다. 독일은 연방임밋시온법(BlmSchG)를 통해서 이 제도를 도입하여 운영하고 있다. 우리의 통합오염관리에 대해서는 통합오염시설 허가의 법적 성질이 문제된다. 순수한 허가인지 아니면 특허로 볼 것인지이다. 시설에 대한 허가의 내용이 기속적이 아니라 재량판단을 포함하고 있기 때문에 이를 특허로 볼 수도 있을 것이다. 정보공개제도는 유럽 통합오염관리제도의 핵심적 요소 중의 하나인데 반해, 우리의 경우는 제한적이다. 정보공개가 이루어져야 주민의 참여가 활발히 이루어질 수 있다는 점에서 정보공개의 범위확대가 이루어져야 한다. 다만 기업의 경영상의 정보와의 조화도 필요하다. 허가권이 중앙정부에 집중됨으로써 오염시설이 위치한 지방자치단체의 참여가 제한적이다. 지자체의 의견청취 및 권한의 위임 그리고 협력을 통한 횡적 협조가 필요하며, 더 나아가서는 일정한 권한의 분점이 필요하다. 통합오염관리제도의 핵심인 최적가용기법의 적용에 있어서는 재량판단이 작용할 수 있어 판단에 따라 환경보다는 산업적 고려가 우선적으로 작용할 수 있다. 따라서 객관성의 확보가 중요하다. 제도의 운영을 통해 나타나는 문제점들에 대해 지속적인 관심과 개선노력이 필요하다.


Integrated pollution prevention and control (IPPC) came into use due to the realization that it is more efficient for businesses of a certain size or above to conduct an integrated prevention and control system rather than managing pollutant by factor. When conducting the integrated pollution prevention and control, the licensing procedure become simpler than the pollution prevention and control by factor is implemented. As well as this, the procedure of negotiation and participation is expanded in the course of licensing. The crux of the integrated pollution prevention and control is Best Available Techniques Economically Achievable (BAT), through which it became possible to conduct more flexible control system, suitable for the scale and characteristics of the objects. OECD Council Recommendation in 1991 also specifies the concept of the integrated pollution prevention and control. The European Union (EU) formulated the guidelines of the integrated pollution prevention and control aiming at the high level of environmental protection in 1996. The main contents include integrated investigation in environmental factors, prior consideration & obligation not to harm the environment severely, the free access to the information on the application & approval of best available techniques economically achievable, and community involvement through the system (IPPC). The United Kingdom is the first nation that reviewed “IPPC”, and legalized this through the environmental protection law in 1990. And Germany has been operating IPPC system by applying it through BlmSchG. When it comes to the application of IPPC system in Korea, its legal characteristics are vague to obtain the approval of establishing facilities for the integrated pollution prevention and control. This is, whether it needs a simple approval or a special approval by public law. This may be regarded as a charter or a special approval because the contents of the approval on the facilities are not bound strictly by law but recognizes the discretionary decision. While the information disclosure system is one of primary elements for EU`s integrated pollution prevention and control system, this is limited in the case of Korea`s. To promote the active community involvement, it is essential to expand the range of the information disclosure. Yet, The harmonization with management information of enterprises is also necessary. As the authority focuses on the central government, the participation of the local governments, where pollution control facilities are located in, is limited. This calls for the horizontal collaboration through delegation of power and hearing of local governments` opinions. The discretionary decision can be also accepted by applying BAT, the crux of the integrated pollution prevention and control system, this may prioritize consideration of the industries rather than the environment. Thus, it is important to acquire objectivity, and to pay continuous attention as well as efforts to improve the problems with operating the system.

KCI등재

2중국의 환경오염 실태와 환경법체계에 대한 고찰 -중국의 대기오염에 따른 환정법제의 문제점을 중심으로-

저자 : 이상만 ( Sang Man Lee )

발행기관 : 제주대학교 법과정책연구원 간행물 : 법과정책 20권 2호 발행 연도 : 2014 페이지 : pp. 345-380 (3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환경은 인간이 최소한의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직접 또는 간접으로 영향을 주는 자연적 조건이나 사회적 상황으로, 인간이 생활하는 주위의 상태를 의미한다 이러한 환경의 오염은 인간에 대한 생명의 위협으로 직결되는 것이다 그러나 과거 인간은 자연을 이용 가능한 자원으로 인식하였지, 보호하여야 할 대상으로 생각하지는 않았고,그 결과 오늘날 환경은 심각하게 오염되거나 훼손되었으며, 인간의 삶 역시 건강하고 쾌적한 생활을 위협받게 된 것이다. 특히, 오늘날 전 세계의 모든 제품을 생산하고 있는 중국은 경제성장만을 염두해 둔 채 국가를 운영하였던 탓에 환경오염에 대한 피해는 더욱 클 수 밖에 없었다 반면,경제성장에 따라 국민 소득수준이 향상된 중국 국민들은 더이상의 이러한 환경오염을 간과하지 않고,중국 정부에 환경오염대책을 촉구하기에 이르렀다 이에 따라 중국 정부는 환경에 대한 여러 정책을 내놓았지만,이는 선언적인 정책에 불과할 뿐,제대로 시행되거나 집행이 이루어지는 경우가 많지 않아 실질적인 효과를 거두지 못했다. 이는 중국 정부가 내놓았던 환경에 대한 정책이 사후 대책에 불과할 뿐,환경오염 방지를 위한 사전 예방적 대책이 아니었던 것도 중요한 원인이다. 따라서 본 논문에서는 환경법률 체계의 문제점과 개선책을 고찰하여 환경오염방지를 위한 사전 예방적이고 근본적인 해결방안의 기초를 마련하고자 한다 이를 위해 우선,중국의 환경오염이 세계적인 환경문제로 전이될 수 있는 심각한 상황임을 중국의 대기오염실태를 통해 상기하고, 우리나라와 상이한 중국의 입법체계와 환경법체계를 살펴본 후,중국의 환경법제 중 헌법,환경보호법, 환경단행법규의 문제점과 그 개선방안을 연구하였다. 특히 헌법상 국민의 권리로서의 환경권과 환경보호의무의 규정 신설 및 헌법의 편제,20144. 24 수정통과되어 2015. 1. 1 부로 시행예정인 환경보호법의 법적 지위,환경 단행법규의 단순화,체계화를 통한 개선방안을 살펴보고자 하였다.


As can be engaged in human life rrunimum,the environment is a social situation and natural conditions that affeet direetly or indirectly. The Environment means the state of surrounding human beings to live. In other words,pollution of the environment is one in which directly connected to the life of human beings. However. people did not think the subjeet to be protected nature. As a result. the environment is damaged seriously,healthy human life was in danger In particular. since China has run a country for the purpose of economic growth. damage of environmental pollution was even greater. On the other hand,China national income levels of the people due to the economic growth has improved does not acæpt the environmental pollution of any more,and urged the environmental pollution measures of government. The Chinese government has issued a variety of policy on the environment so far,but this is a declarative policy,there was no substantial effeet. Policy on the environment of the Chinese government only after the faet solution, which is the cause that there was no important preventive measures for the environment Therefore,in this paper,based on the aetual situation of the current pollution of China,1 tried to take a look at focusing on problems of environmental reguIation of basic preventive measures for prevention of environmental pollution; For this reason,you should know the seriousness of environmental pollution through the reality of air pollution that may affeet the environment global problem that appears transboundary environmenta! pollution in China to stand out. And 1 take a look at the environmental law system and legislative system of China different from South Korea. In 뼈띠띠와, To see environmentalreguIations∞nstitutiona!in China,environm앉ltal protection law,the problems of the legal environment of the individual,was studied and its remediation. In particular ,1 studied new obligation of the provisions of environmental protection and environmental rights of the Constitution,the legal status of the new Environmental Proteetion Act,the systematization of the laws of the individual environment.

KCI등재

3독일의 제1차 환경운동

저자 : 사지원 ( Ji Won Sa )

발행기관 : 한국독일언어문학회(구 독일언어문학연구회) 간행물 : 독일언어문학 65권 0호 발행 연도 : 2014 페이지 : pp. 285-306 (2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Die durch die Industrialisierung veranderte Natur gab im letzten Dritteldes 19. Jahrhunderts Anlass zu einem neuen Bewusstsein. In dieser Zeitwurde Natur als Inbegriff von Heimat, Schonheit und Unberuhrtheitverstanden. Diese Sichtweise beruhte vor allem auf romantischen Vorstellungen.Die Natur stellte also die Unberuhrtheit und Schonheit im Gegensatz zuden erschreckenden technischen Folgen der Industrialisierung dar.Dieser Gedanke wurde besonders von dem romantischen MusiklehrerErnst Rudorff im Wilhelminischen Reich verbreitet. 1904 grundete er denBund des Heimatschutzes mit Architekten, Kunstlern und Wissenschaftlern.Fur die Vertreter des Bundes bedeutete Umwelt nicht nur allein Natur oderWald, sondern der Begriff schloss die gesamte bauliche und volkstumlicheLebensumgebung des Menschen mit ein. Deswegen sollte ein allgemeinerund ganzheitlicher Naturschutz betrieben werden. Der Bund akzeptierteallerdings die Moderne als unabanderliche Tatsache und wollte nur derennegative Auswirkungen auf die Natur und andere Lebensbereiche eindammen.Der Bund versuchte, durch sein asthetisches Grundkonzept Tradition und Moderne zu vereinigen.Andererseits ging es dem Botaniker und Leiter der Staatlichen Stelle furNaturdenkmalpflege Hugo Conwentz um eine Aufwertung der naturlichenRelikte und Objekte. Er erachtete die Naturdenkmalpflege als eigenstandige,offentliche Aufgabe und hatte damit Erfolg. Diese Stelle gab viele Anregungenfur Ministerialerlasse, durch die 472 Objekte bis 1909 in Preußen alsNaturdenkmaler klassifiziert und unter Schutz gestellt wurden.Es gelang dem Bund und der Stelle, den Heimatschutz innerhalb kurzerZeit zu einem Thema zu machen, das in Staat und Gesellschaft als eineFrage des Gemeinwohls betrachtet wurde und Unterstutzung genoss.Zusammenfassend kann die Natur- und Heimatschutzbewegung imwilhelminischen Reich als erste Umweltbewegung in Deutschland bezeichnetund als Ausloser fur die zweite Umweltbewegung in den 1970er Jahrenangesehen werden. Auch das veranderte Umweltbewusstsein, das die Basisder modernen Okologie bildet, ist durch diese erste Umweltbewegunggeschaffen worden.

KCI등재

4베트남의 환경보호법에 대한 고찰

저자 : 조은래 ( Cho Eun-rae )

발행기관 : 한국환경법학회 간행물 : 환경법연구 40권 2호 발행 연도 : 2018 페이지 : pp. 361-402 (4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베트남은 최근의 경제 성장과 더불어 환경오염과 폐기물의 증가, 자연자원의 악화 등의 환경문제가 심각해지고 있다. 이에 베트남 정부는 환경에 대한 규제가 불충분했다는 인식하에, 환경보호와 규제에 대한 환경관련 법령들을 정비하고 환경오염을 발생시키는 기업들에 대한 감시 및 단속을 강화하고 환경 규제를 엄격히 하고 있다. 2014년 환경보호법의 개정에서 한국, 일본, UN 등 국제사회의 도움을 받아 선진적인 개정작업을 하였다. 개정 환경보호법의 내용들은 2013년에 개정된 베트남 헌법 제43조의 환경권과 제63조의 국가의 환경보호 정책수립, 환경보호활동의 장려, 환경손해에 대한 책임 규정의 의미를 명시한 것에 의의가 있다고 할 것이다. 대체로 환경법의 기본원칙들과 함께 환경보호 기본계획과 환경영향평가, 기후변화의 대응과 자연환경(수질, 토양, 대기), 경제활동에서의 환경보호, 폐기물의 관리, 환경오염의 처리와 복구 및 개선, 환경보호 비용과 기금, 환경분쟁의 해결 및 환경손해배상 등을 규정하고 있다. 특히 베트남에 투자하는 외국기업들에게 투자허가 신청과 동시에 환경부에 환경영향평가보고서를 제출하여 환경 인증서를 받게 함으로써 그 실효성을 확보하고 있다. 베트남 정부는 2015년에 세계의 온실가스 감축활동에 베트남이 참여하는 로드맵 및 방법에 관한 정령을 신설하였다. 또한 환경보호법에서도 기후변화의 대응에 대한 규정을 명문화하고 있다. 이는 선진적인 환경법 수준을 보여주는 면이라고 할 수 있다. 베트남의 오염물질의 규제 기준치는 서양의 국가처럼 가장 엄격한 기준을 도입하고 있으며, 폐기물의 정의에서 폐수와 가스 등을 위험성이 있는 물질로 포함하고 있는 것이 특이하다. 그리고 환경오염 대책에 관한 규제와 기준은 잘 정비되어 있다. 특히 폐기물의 관리에 있어서 폐수의 관리와 배기가스, 소음, 진동 및 방사능의 관리를 개별적으로 다루지 않고 환경보호법에서 일률적으로 정하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환경오염과 환경사고의 처리 및 피해에 있어서 환경사고의 원인자와 피해자 그리고 국가라는 3자간의 관계를 규율하고 있다. 환경손해와 책임에 있어서도 환경손해의 개념이 명확하며, 환경손해에 대한 개인의 책임을 분명히 하고 있다. 그리고 국가가 각 기업에 대하여 환경손해에 대한 책임보험의 가입 권장과 특정의 조직과 개인에게 의무가입을 규정한 것은 매우 진보적인 규정이라고 할 수 있다. 그러나 현실적으로 법제도의 집행 측면에서는 많은 과제를 안고 있다. 즉 경제성장과 경제 개발이 우선되기 때문에 환경보호의 개념이 충분히 고려되어 있지 않으며, 부처 간의 권한의 중복과 책임의 불이행도 적지 않다. 그 외에 사업 주체가 수익성을 위해 환경 대책을 충분히 실시하지 않은 채 사업 활동을 하고 있으며, 환경관리에 대한 인재의 육성, 환경보호 재원의 확보 등이 과제로 남아 있다. 환경정책의 변화와 환경 법규의 빈번한 개정은 베트남 현지에서 투자 활동을 하는 외국의 기업, 특히 우리나라의 기업들에게 큰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그 동향을 파악하고 구조를 이해하는 것이 필수적이다. 따라서 환경보호법의 기본적인 내용과 정책들을 파악하고 이해하여야 할 것이다.


Currently, the environmental problems is one of the urgent problems in Vietnam. The serious air pollution problem usually occurs especially in large urban areas. Transport activities are a major source of air pollution in big cities in Vietnam, From this situation, the Vietnamese government and the Environmental Protection Agency have issued and amended many laws, regulations, and specific decrees to limit the release of pollutant to the environment. Vietnam has amended the Environmental Protection Law(EPL) in 2014 and has already been implemented since January 1, 2015. The revised contents of the Environmental Protection Law specify the meaning of the provisions of Article 43 and Article 63 of the Vietnam Constitution. This Law provides statutory provisions on environmental protection activities; measures and resources used for the purpose of environmental protection; rights, powers, duties and obligations of regulatory bodies, agencies, organizations, households and individuals who are tasked with the environmental protection task. And this law generally provides the Planning for environmental protection, environmental impact assessment, the response to climate change and the natural environment, environmental protection in economic activities, waste management, costs and funds of environmental protection, the settlement of environmental disputes, and compensation for environmental damages. All activities relating to the environmental protection must be harmoniously connected with the response to climate change. This regulation shows the advanced level of environmental laws. Foreign companies investing in Vietnam should apply for an investment permit and submit an Environmental Impact Assessment report to the Ministry of Environment to obtain an environmental certificate. The regulatory standards for pollutants in Vietnam are adopting the most stringent standards, just like the European Union. It is noteworthy that the definition of waste includes wastewater and gas as hazard substances. Regulations and standards regarding measures of environmental pollution are well established in the Environmental Protection Law. In terms of environmental damage and liability, the concept of environmental damage is clear and the individual’s responsibility for environmental damage is clarified. In addition, it is very progressive that the state encourages each company to join liability insurance for environmental damages. In reality, however, there are many challenges in terms of the implementation of the legal system. Since economic growth and development are priorities in Vietnam, the concept of environmental protection is not fully considered. Also, there is redundancy of authority between departments and failure of accountability as well. Businesses operators are carrying business activities without implementing sufficient environmental measures for their profitability. Furthermore, the development of human resources and the securing of environmental protection funds remain as challenges for Vietnam’s environmental management. Since the changes in environmental policy and frequent revision of environmental regulations have a great impact on foreign companies investing in Vietnam, it is essential to understand their trends and understand their structure. Therefore, we must understand the basic contents of environmental protection law when it comes to investment and business activities in Vietnam.

KCI등재

5국제환경법상 오염자부담원칙의 우리나라 환경법에의 수용

저자 : 박병도 ( Byung Do Park )

발행기관 : 한국환경법학회 간행물 : 환경법연구 34권 1호 발행 연도 : 2012 페이지 : pp. 331-359 (2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국제사회에서는 환경오염에 대한 책임소재에 관한 원칙으로 환경 관리규범 체계의 근간을 구성하고 있는 오염자부담원칙을 발전시켜 오고 있다. 이 원칙은 환경오염 비용과 그 결과 비용을 오염을 야기한 원인자가 부담하여야 한다는 원칙이다. 환경오염유발 행위자가 오염을 방지하고 제거하기 위한 비용을 부담해야 한다는 원칙이다. 이러한 원칙은 원래 법원칙이라기보다는 환경오염 및 그 방지의 비용을 분담하고 자원 배분을 극대화하기 위한 경제정책상의 원칙으로 등장하였다. 오염자부담원칙은 오염방지 비용뿐만 아니라 오염의 피해복구에 소요되는 비용을 기본적으로 해당 환경오염의 원인제공한 자가 부담하여야 한다는 것이며, 최근에는 더 나아가 환경의 복원, 피해자의 구제, 오염회피 비용까지도 오염원인자가 부담해야 한다는 견해가 대두되고 있다. 오늘날 오염자부담원칙은 환경오염을 제거하기 위해 필요한 비용부담의 주체를 확인하고 부담의무를 부과한다는 의미의 비용부담에 관한 원칙으로 그 개념이 한정되지 않고, 환경보호에 대한 책임을 부담하게 하는 실질적인 원칙으로 이해되고 있다 국제사회에서 오염자부담원칙이 등장하여 발전한 것은 OECD와 EU를 통해서이다. 이 원칙의 개념이 정확하게 구체적으로 의미하는 바가 무엇인지에 관해서는 논란이 계속되고 있으나, 1972년 이후 이 원칙에 관한 논의가 국제적 차원에서 꾸준히 제기되어 오고 있다. 오염자부담원칙의 현대적 이념은 스톡홀름인간환경회의가 개최된 1972년에 OECD에 의해 확립되었다. 이 원칙이 처음으로 공식화된 것은 1972년과 1974년의 OECD의 관련문서이고, 여기서 밝힌 오염자부담원칙에 대한 정의가 이후에 통상적으로 사용되고 있다. 이 논문의 목적은 국제환경법상 환경 관리규범의 근간을 구성하는 오염자부담원칙의 개념, 법적 성질과 이 원칙이 우리나라 환경법에 어떠한 내용으로 반영 또는 수용되어 있는지를 분석하는 것이다. 즉 이 논문은 먼저 국제환경법의 일반원칙 중에 하나인 오염자부담원칙의 개념, 구체적 내용 및 그 법적 성질에 대하여 고찰한다. 그리고 이러한 선행적 지식을 바탕으로 국제환경법상의 오염자부담원칙이 우리나라에서 어떤 방식으로 적용될 것인지를 국제법의 기본이론을 통해 살펴보고, 이를 바탕으로 국제환경법상의 오염자부담원칙이 현재 우리나라의 환경법에 구체적으로 어떻게 반영 내지 수용되어 이행되고 있는지 살펴보고자 한다. 본 논문은 국제환경법의 실효적 이행이란 관점에서 국제법의 국내적 수용과 관련한 국제법적 이론과 오염자부담원칙을 반영하고 있는 국내 환경법의 주요 내용을 분석하고자 한다.


Incorporation of Polluter-Pays Principle in International Environmental Law into Korean Environmental Law Park, Byung Do The contemporary idea of the polluter pays principle(PPP) was development by the OECD in preparation for the Stockholm Conference in the same year. The definition by the OECD enlightens not only the fundamentally economic nature of the principle but also emphasizes the adoption of free market private incentives in opposition to governmental subsidies for the protection of the environment. This principle is based on the idea of ubi emolumentum, ibi onus(the one who takes the advantages of action shall bear the disadvantages related to it). PPP also serve to make the polluter liable for costs that could not have been avoided through preventive measures. PPP is an internationally recognized environmental policy principle. However, to implement the principle is not without problems. This paper is taking account of the polluter-pays principle as a general principle of international environmental law. Now there are many international environmental conventions(multilateral environmental treaties). Contracting Parties shall apply the polluter-pays principle, by virtue of which the costs of pollution prevention, control and reduction measures are to be borne by the polluter. In this paper, I analyze firstly one of the general principles of international environmental law, the concept of polluter pays principle related to pollution, specifically information and its legal effects, etc. And this article focus on this proactive pollution pays principle can be applied directly in this country that has a direct effect or whether to also analyze the report, based on this principle of international environmental law on the burden of pollution of the environment-related legislation currently in Korea Environmental Laws what exactly is being implemented that reflect the acceptance or will be discussed. In this paper, effective implementation of international environmental law in terms of domestic application and respect of international law principles of legal theory and pollution burden of domestic environmental laws is to analyze the status of acceptance. The purpose of this paper is the foundation of international environmental law norms that make up the environmental management polluter pays principle applies to domestic issues and the principles of environment-related legislation in the country, reflected in any content, or to seek opportunities that are housed.

KCI등재

6환경분쟁에 있어서 프라이버시권의 보호

저자 : 김남욱 ( Nam Wook Kim )

발행기관 : 한국환경법학회 간행물 : 환경법연구 37권 1호 발행 연도 : 2015 페이지 : pp. 35-65 (3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지식정보화사회에서 산업기술과 경제발전으로 더불어 국민들은 건강하고 쾌적한 주거환경에서 인간의 존엄과 가치의 실현과 행복을 추구하고 있다. 반면에 지방자치단체에서는 지역의 경제발전과 토지이용의 효율화를 위해 조례로 도시 건축물의 고층화ㆍ수직화를 허용하거나, 용도지역에 따른 용적율ㆍ건폐율 제한, 건축물의 이격거리 제한의 완화함에 따라 일조권, 조망권 침해와 더불어 환경상 프라이버시권의 침해에 대한 분쟁이 증가하고 있는 실정이다. 프라이버시권의 환경상 침해문제는 피해자 건축물을 기준으로 일조권, 경관권, 조망권의 침해와 더불어 가해 건축물의 소유자, 건축주에게 소송을 제기하면서 인근 주민에 의한 프라이버시권 침해문제로 인한 손해배상소송, 건축허가취소소송 등이 증가되고 있다. 그러함에도 환경분쟁에 있어서 프라이버시권의 개념정의나 법리문제에 관하여 학계는 침묵을 지키고 있으나, 법원의 판례는 환경분쟁에 있어서 프라이버시 침해로 인한 재산적 가치하락에 따른 손해배상과 위자료 배상을 인정하고 있다. 따라서 환경분쟁에 있어서 프라이버시권의 개념을 명확히 정립한 후, 그 법적성질을 규명하고, 프라이버시의 법적 보호요건, 프라이버시권의 독자적 권리 인정여부, 건축법과 주택법 및 환경정책기본법상 환경상 프라이버시의 보호의 입법적조치, 위법성 판단 기준과 시기, 손해배상 산정 기준, 환경분쟁조정법상 프라이버시 침해의 환경피해오염 구제대상 확대. 행정개입청구권등 공법상 권리구제 등에 관한 법적 문제를 검토하고 그 개선방안을 제시한다.


People have realized the human dignity and value in healthy and comfortable residential environment with the growth of industrial technology and economy in knowledge information society. Allowance of high-storied and vertical building construction in urban areas by local governments and mitigation of capacity and building-to-land ratio limitation and building separation distance limitation have increased the disputes on the violation of right to sunshine, prospect right, and right of environmental privacy. Issues of violation on right of environmental privacy have also increased lawsuits against building owners from the violation of right to sunshine and prospect right and resulting suits for damages by neighboring residents. Nevertheless, the academic circles have kept silence on the concept definition or legal principles of right of environmental privacy, but court precedents presumed compensation for damages from the depreciation of property caused by the violation of environmental privacy. Therefore the concept of privacy right in environmental dispute which is the right to enjoy freedom or confidence of private life according to new construction of a harmful building in the area adjacent to damaged housings should be clearly established, its legal properties should be examined, legal protection factors of right of environmental privacy, recognition of an independent right, illegality standard, illegality timing, and measure of damages should be extended to the objects of dispute conciliation on the violation of right of environmental privacy by environmental dispute mediation committee. Legal problems on legislative actions of protection of environmental privacy on building act, housing act and environmental policy act, claim for administrative intervention, revocation action for building permit, and protection of rights on public law by action for state compensation were examined to suggest improvement method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에서는 세계가치설문조사의 한국자료를 이용하여 소득계층 인식과 정치적 성향이 개인의 환경보호에 대한 태도에 어떻게 영향을 미치는지를 평가하였다. 분석결과 사람들의 소득계층 인식이 상승함에 따라 환경오염방지를 위한 조세인상에 대한 찬성 가능성이 증가하였지만 선형적으로 증가하지는 않았고 가계의 재정상태에 대한 만족도가 높을수록 환경보호에 대한 태도가 우호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결과는 1인당 평균 소득수준이 증가하더라도 재정 상태에 대한만족도가 하락하거나 소득불평등도가 심화되는 경우 환경보호에 대한 태도가 악화될 수 있음을 시사한다. 경쟁에 대한 시각과 부양책임과 같은 사회경제적 이슈와 정치적 성향과의 관련성은 일반적 사회통념이나 서구사회와는 매우 달랐는데 이러한 차이는 환경보호에 대한 태도에도 반영되어 나타나는 것으로 보인다. 진보적 성향일수록 환경오염방지를 위한 추가적 조세부담용의가 증가하는 서구사회에서의 결과와는 달리 진보적인 사람들과 보수적인 사람들 간의 추가적 조세부 담용의에 있어서 차이가 없었다.


This paper investigates the role of perceived income hierarchy and political affiliation in individual attitudes toward environmental protection. Estimation results show that rises in perceived income hierarchy increase the possibility of agreement to an increase in taxes to prevent environmental pollution in general, but not linearly increase it. As individuals are more satisfied with the financial situation of their household, they are more likely to agree to an increase in taxes. These results imply that individual attitudes toward environmental protection can be deteriorated even though average household income level increases, if either the degree of financial satisfaction decreases or income inequality worsens. We find that there is no difference between the liberals and the conservatives on the likelihood of paying additional tax to prevent environmental pollution. This result differs from the cases of Western society, which indicate that the liberals are more likely to pay for environmental protection.

8기후변화와 대기오염이 환경관련질환에 미치는 영향 -기온 상승과 오존 농도 증가의 상호작용을 중심으로-

저자 : 배현주 , 하종식 , 최민지 , 김호

발행기관 :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 간행물 : 기본연구보고서 권호. 발행 연도 : 2010 페이지 : pp. 1-121 (12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키워드 보기
초록보기

IPCC 보고서에서 기후변화는 인류가 당면한 가장 시급한 문제 중의 하나라고 하였다. 나아가 기후변화에 따른 건강영향 연구들은 복합적으로 상호작용하므로 여러 인과관계의 건강영향을 고려해야 한다고 하였다. 본 연구에서는 우리나라 6대 광역시 중 4대도시인 서울, 부산, 대구, 인천을 대상으로 기온 상승과 오존 농도 증가에 따른 건강영향을 분석하고, 기온의 역치수준을 기준으로 기온 수준에 따른 오존이 건강에 미치는 영향을 정량적으로 분석하여 비교·평가하였다. 기온 상승과 오존 농도 증가에 따른 건강영향은 포아송 회귀 모형(poission regression model)을 적용한 시계열 연구로 평가하였다. 기온 상승과 오존 농도 증가에 따른 건강영향의 상호 관련성 경향은 반응표면모형(response surface model)을 적용하여 파악하였다. 또한 개별 및 기온과의 상호작용으로 인한 오존의 건강영향은 기여율로 환산하여 비교하였다. 건강영향은 크게 사망과 천식 입원을 중심으로 살펴보았다. 사망의 경우, 전체 연령집단에서 기온이 1℃ 상승하면 일평균 사망자수가 2.59~11.3% 증가하였으며, 오존 농도가 10ppb 증가하면 일평균 사망자수가 0.37~2.03% 증가하였다. 또한 기온 상승과오존 농도 증가의 일평균 사망자수 증가는 전체 연령집단보다는 민감집단으로 알려진65세 이상 연령집단과 전체 연령집단의 심혈관계 관련질환 사망 발생에서 더 높게 나타났다. 서울, 부산, 대구, 인천 4개 도시에서 모두 기온 상승과 오존 농도 증가에 따른 사망영향에 상호 관련성을 보였다. 기온 역치수준을 기준으로 구분하여 사망에 대한 오존효과를 보면, 기온 역치수준 이상에서 오존 농도 증가는 건강영향에 선형관련성을 보였다. 반면에 기온 역치수준 미만에서 오존 농도와 건강은 역치관련성을 보였다. 또한 기온수준별 사망에 대한 오존효과를 비교하기 위해 일별 사망자수 평균에 대한 일별 초과사망 자수 발생 기여율을 산출하였다. 서울, 부산, 대구, 인천의 전체 연령집단에서 오존농도 10ppb 증가로 인한 기여율은 각각 0.58%, 0.53%, 1.28%, 0.37%이었고, 기온역치수준 이상에서는 2.22%, 2.00%, 3.32%, 1.81%, 기온 역치수준 미만에서는 0.49%, 0.88%, 0.69%, 0.20%로 추정되었다. 65세 이상 연령집단과 전체 연령집단의 심혈관계 관련질환 사망 발생에서 기온에 따른 오존 영향의 차이가 더 뚜렷하게 나타났으며, 기온 역치수준 미만보다 기온 역치수준 이상에서 오존의 사망 발생 기여율이 1.7~9.7배 높았다. 천식 입원의 경우, 전체 연령집단에서 기온 1℃ 상승하면 일별 천식 입원 발생 건수는 -1.61~2.89% 증가하였으며, 오존 10ppb 증가 시에는 3.00~6.07% 증가하였다. 오존농도 10ppb 증가로 인한 일별 천식 입원에 대한 기여율은 서울, 부산, 대구의 전체연령집단에서 각각 1.43%, 0.82%, 1.79%이었고, 기온 역치수준 이상에서는 2.65%, 1.15%, 1.53%, 기온 역치수준 미만에서는 1.07%, -0.43%, 0.53%로 추정되었다. 서울에서 오존의 천식 입원 영향이 기온 역치수준 미만보다 기온 역치수준 이상에서 1.21배 높았다. 기온과 대기오염에 관한 경보체계를 살펴본 결과, 2008년과 2009년 서울에서는 폭염특보가 총 22일이 발령되었고, 오존경보는 13일이 발령되었다. 기온이 상승하면 오존으로 인한 건강영향은 선형관련성으로 낮은 오존 수준에서도 건강영향이 나타나며, 기온이 낮은 날에 비해 기온이 높은 날에 오존 농도로 인한 건강영향이 커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므로 기온 상승과 오존 농도 증가에 따른 건강영향을 사전에 보호하기 위해서는 폭염특보와 오존경보가 연계된 통합적 개선이 요구된다. 하지만 폭염특보와 오존경보의 동시 발령은 단 6일(26%)에 불과했다. 기온은 오존 농도 증가에 따른 건강영향에 대한 효과수정자 역할을 하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기온 수준이 높을수록 오존의 건강 악영향이 더 높게 나타났다. 본 연구는 기후변화와 대기오염의 상호작용으로 인한 건강영향에 대한 적응역량 강화의 필요성을 제시한다.


Patterns of air pollutions are driven by weather. Particularly, ozone are correlated with temperature. Along with this, both temperature and ozone are associated with human health. Therefore, an examination of potential additive effects or confounding effects between temperature and ozone is necessary. Several studies have been suggested that apparent ozone effects could be to heat or an interaction between temperature and ozone could be plausible. In this study, we examined whether temperature modifies the associations between ozone and health outcomes. We used a time-series analysis to examine the association between ozone or temperature and health outcomes. The data consisted of daily time series of mortality counts, hospitalization count for asthma, weather variables, and air pollutants from January 1999 to December 2008 in Seoul, Busan, Daegu, and Incheon. We used a Poission generalized additive model(GAM) to fit a bivariate response surface in order to examine patterns of interaction of both ozone and temperature on health outcomes. Temperature showed significant effects on summer mortality and hospitalization for asthma. Daily variations in ozone within the range currently occurring in Korea were significantly associated with an increased risk of death and asthma hospitalization. To quantitatively estimate the ozone-health outcome associations across different temperature levels, we separately fitted the stratification model. When temperature was high (above the threshold temperature), for a 10ppb increase in ozone concentration, the contributions of mortality were 2.22% (95% confidence interval [CI]: 1.27~3.17%), 2.00% (95% CI: 1.01~2.99%), 3.32% (95% CI: 1.86~4.75%), and 1.81% (95% CI: 0.40~3.21%) in Seoul, Busan, Daegu, and Incheon, respectively. When temperature was low (below the threshold temperature), for a 10ppb increase in ozone concentration, the contributions of mortality were 0.51% (95% CI: 0.11~0.92%), 1.18% (95% CI: 0.27~2.08%), 0.77% (95% CI: -0.22~1.75%), and 0.48% (95% CI: -0.58~1.53%) in Seoul, Busan, Daegu, and Incheon, respectively. Therefore, ozone effects were 1.7~9.7 times higher at high levels of temperature than at a low level of temperature. In analysis for hospitalization of asthma, the results suggested that the broad pattern of higher ozone effects in high level of temperature remained. Also, temperature effects, ozone effects, and ozone-temperature interactions were higher for elderly people and cardiovascular mortality, which is consistent with previous studies identifying elderly people as more sensitive to air pollution and temperature. The results of this study show that temperature modified ozone-mortality associations. We recommend that public health strategies to minimize adverse health impact of heat and ozone should be considered within control and prevention of air pollution and weather-related health impacts.

KCI등재

9환경오염원인 납의 신경독성에 대한 NMDA 수용체 길항제의 보호 효과

저자 : 손영우 ( Young-wo-son ) , 임요섭 ( Yo-sup Rim ) , 서영미 ( Young Mi Seo )

발행기관 : 한국산업보건학회 (구 한국산업위생학회) 간행물 : 한국산업보건학회지 27권 3호 발행 연도 : 2017 페이지 : pp. 193-200 (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Objectives: This study was performed to evaluate the neurototoxicity of the environmental pollutant lead acetate(LA) and the protective effect of the D-2-amino-5-phosphonovaleric acid(APV), N-methyl-D-aspartate(NMDA) receptor antagonist on LA-induced cytotoxicity in cultured C6 glioma cells. Materials and Methods: For this study, cell viability in cultured C6 glioma cells was assessed by XTT assay and antioxidative effect, such as lactate dehydrogenase(LDH) activity, by LDH detection kit. Results: LA significantly decreased cell viability in a dose-dependent manner, and the XTT50 value was determined to be 33.3 uM of LA. The cytotoxicity of LA was deemed highly toxic according to Borenfreund and Puerner`s toxic criteria. The vitamin E antioxidant significantly increased cell viability damaged by LA-induced cytotoxicity in these cultures. For the protective effect of APV on LA-induced cytotoxicity, APV significantly increased not only cell viability, but also inhibition of LDH activity. From these results, it is suggested that oxidative stress is involved in the neurotoxicity of LA, and APV effectively protected against LA-induced cytotoxicity via an antioxidative effect as an inhibotory activity of LDH. Conclusions: Natural resources like APV may be putative therapeutic agents for the toxic diminution of environmental pollutants such as LA correlated with oxidative stress.

10국내 자연환경 관련 정책의 역사와 특성 -천연기념물과 명승을 중심으로-

저자 : 이원호 ( Won Ho Lee ) , 신현실 ( Hyun Sil Shin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 학술발표논문집 2016권 1호 발행 연도 : 2016 페이지 : pp. 88-89 (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키워드 보기
초록보기

우리나라는 동북아 문화선진국으로 반도라는 지리적 특수성을 활용하여 독자적 문화를 창출하고 자연환경을 비교적잘 보전해왔다. 여기서 자연환경은 국가의 법률과 정책을 통한 노력으로 그 가치와 상태를 유지·보전하게하고 국민들이이를 통해 다양한 혜택을 향유할 수 있도록 하는 법률적 대상으로서의 자연을 의미한다(문화재청, 2011). 특히 우리의 금수강산을 배경으로 빼어난 자연환경은 기념물로서 천연기념물이나 명승으로 지정되어 보호되고 있으며, 일부는 세계유산으로 등재되는 등 국내를 벗어나 세계적으로도 그 우수성을 인정받고 있다. 문화재로 지정된 자연환경은 일제강점기이후 한국전쟁, 국토개발로 대별되는 근대화의 시기를 거치면서도 독자적인 보호정책을 수립하고 관리하는 등의 문화적 정체성을 잃지 않았다고 평가할 수 있다. 그러나 오늘날에 이르러 국가유산 정책은 자연환경 관련 정책이 오염방지와 오염에 따른 피해 구제가 강조되어 의례적으로 환경부나 산림청을 중심으로 자연환경이 취급되고 문화유산은 문화재청이 관할하는 것으로 인식되는 경향이 일반적인 견해로 통용되고 있는데 자연환경 보호의 효시는 문화재분야였다는 사실을 아는 사람은 드물다. 이에 본 연구에서는 자연환경 정책의 관점에서 관련 문화재에 해당하는 천연기념물과 명승을 대상으로 정책의 역사와 그 특성을 살펴봄으로써 자연유산의 가치를 제고하는데 그 목적이 있다. 자연환경 정책의 흐름을 살펴보는 과정으로는 문화재보호법 상 자연환경을 다루는 조항들을 살펴보고 오늘날 천연기념물과 명승의 지정기준이 개정되는 양상 속에서의 특성을 도출하였다. 국내 자연환경 관련 정책의 시원을 살펴보면 자연문화재의 보존·관리를 위한 제도로 1933년 천연기념물 지정 및 관리를 포함한 「조선보물고적명승천연기념물보존령(제령 제6호)」과 「조선보물고적명승천연기념물보호령시행규칙(제령 136호)」가 제정된 이후 1945년까지의 기간을 초기로 볼 수 있다. 당시 조선총독부에서는 명승과 천연기념물은 이전에 보호할수 있는 법령이 없어 근시 교통의 발달, 내외 관람객의 격증등으로 훼손과 망실이 발생하고 있어 적당한 법규를 설치하여 보호한다고 입법 취지를 밝히고 있다(김대열, 2008). 이는 문화재의 범위 내에 보물이나 고적 등 문화유산에 해당하는 요소 외에도 천연기념물과 명승으로 구분되는 자연문화재 즉, 자연유산까지도 문화재의 범주로 포함하고 있음을 알 수있으며 이에 따라 총 248건의 지정문화재 중 명승은 1건도 지정되지 않았으나 16건이 천연기념물로 지정되었다. 그러나 광복 이후 국가 전반에 걸쳐 여러 분야에서 나타나는 과도기적 혼란과 한국전쟁의 발발 속에서 문화재의 보호를 위한 정책 여건형성이 여의치 않았다. 이에 따라 일제강점기에 제정되었던「조선보물고적명승천연기념물보존령」을 원용하는 수준으로 머물러 있다가 1962년「문화재보호법」이 제정ㆍ공포되면서 법적인 기본 틀을 갖추게 되었으며 1964년「문화재보호법 시행규칙」을 제정하면서 구체화 되었다. 그 내용을 살펴보면 천연기념물은 동ㆍ식물, 지질ㆍ광물, 천연보호구역으로 구분하여 그 지정기준을 설정하였으며 명승은 전제조건으로 경승지를 지목하고 있으며 폭포, 협곡, 동굴등 저명한 자연환경을 중점으로 지정기준을 마련한 바 있다. 이와 같은 지정기준의 마련에도 불구하고 명승은 한건도 지정되지 못하였으며, 최초로 명승이 지정된 것은 명주 청학동소금강이 지정된 1970년이다. 이후 1983년에는 명승의 지정기준에서 동굴이 제외되었으며, 1999년에는 천연기념물의 기존 지정기준 외에 자연현상을 별도로 신설하여 관상ㆍ과학ㆍ교육상의 가치가 현저한 것을 지정기준을 마련하였다. 2001년에는 천연기념물과 명승이 공히 지정기준의 개정이 이루어졌는데 천연기념물의 경우 ‘문화ㆍ민속ㆍ관상ㆍ과학 등과 관련된’, ‘문화적ㆍ과학적ㆍ경관적 가치’, ‘생활ㆍ민속ㆍ의식ㆍ신앙ㆍ문화’ 등 접두사 및 단어를 추가하여 기존 자연환경을 대상으로 하는 지정범위에 문화성을 부여하고 비슷한 기준을 통합하여 명확히 하고자 한 것이다. 또한 ‘세계문화및자연유산의보호에관한협약 제2조의 규정에 의한 자연유산’을 지정기준에 추가한 점은 유네스코의 세계유산의 기준을 우리나라의 「문화재보호법」에 도입하였다는 점에서 시사하는 바가 크다 하겠다. 또한 천연보호구역 1개 기준을3개의 기준으로 확대하였는데 기존 지정기준 외에 ‘다양한생물적ㆍ지구과학적ㆍ문화적ㆍ역사적ㆍ경관적 특성’을 추가하였으며 ‘지구의 주요한 진화단계’, ‘중요한 지질학적 과정, 생물학적 진화 및 인간과 자연의 상호작용을 대표하는 일정한 구역’을 추가하여 학술적 가치를 부여하였다. 한편명승의 지정기준을 살펴보면 ‘특별히 빼어난 자연미를 지닌지형 또는 지역이나 그 안에 있는 조형물’, ‘자연과 문화적 요소들이 결합되어 뛰어난 조망경관을 형성하는 곳’에 해당하는 지역을 지정기준에 추가하였으며 천연기념물과 동일하게 유네스코의 세계유산 등재기준을 도입하였다. 이후 2007년에는 천연기념물과 명승의 지정기준이 전면개정되었는데, 천연기념물의 경우 1962년 제정 이후 46년간한 번도 개정하지 않은 지질ㆍ광물의 지정규정을 대폭 개편하여 지정기준을 세분화 하였으며, 명승의 경우 2006년 명승지정·보호활성화 정책을 배경으로 사적이나 천연기념물 지정기준과 유사한 부분의 조정, 다양한 유형의 역사문화명승포함을 위한 시도가 나타났다. 또한 2010년에 천연기념물과 명승의 지정기준이 개정되었는데 이는 기존의 지정기준에 특별한 변화는 나타나지 않았으나 용어의 수정이나 한자표기의 병기 등을 통해 법제상의 개념을 구체화하는데 주목하였다. 이와 같이 여러 차례에 걸친 천연기념물과 명승 등 자연환경 관련 문화재 정책의 개정과 보완의 결과는 오늘날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동물 101건, 식물 261건, 지질·광물 82건, 천연보호구역 11건 등 총 564건에 이르며, 명승은 109건에 이르는 등의 성과로 이어졌다. 1933년 「조선보물고적명승천연기념물보존령(제령 제6호)」의 제정 이래 오늘날 문화재보호법에 걸쳐 이어져온 특성을 살펴보면 천연기념물 중 동물분야의 경우 대표성, 희귀성 등을 중점으로 하는 일제강점기 때의 기준과 유사하지만 오늘날에는 문화ㆍ민속ㆍ과학적 측면을 더욱 강조하고 있는 추세를 띄고 있다. 식물분야의 기준은 각각의 식물이나 생태, 서식지 등 자연과학적 측면을 강조하였던 일제강점기에 비해 문화적, 역사적, 경관적 특수성을 강조하는 추세로 발전해왔으며 동물분야와 함께 세계유산규정을 고려하여 지정 기준에 추가로 포함시키고 있다. 지질ㆍ광물의 지정기준은 일제강점기에 비해 세부 기준 항목이 전반적으로 다양해졌으며, 천연보호구역의 지정기준에는 인문ㆍ문화적 요소가 추가되었다. 이는 천연기념물 분야에서 다루는 자연환경과 야생동식물 보호제도와의 차별성을 나타내는데, 야생동식물보호법은 멸종위기의 야생식물을 대상으로 생물의 멸종예방과 환경보호에 중점을 두고 있으며 천연기념물은 역사적ㆍ예술적ㆍ학술적ㆍ경관적 가치가 큰 동식물을 대상으로 삼는데 그 차이가 나타난다. 또한 그 성격의 측면에서도 야생동식물보호법의 성격은 멸종위기 해소 시 해제되는 제반사항과 함께 문화성과 자연사에 대한 고려는 나타나지 않는 반면, 천연기념물은 멸종위기의 여부보다는 진귀성, 문화성, 역사성, 자연사 자료로서의 가치를 중요시하고 있으며 이러한 문화적 속성은 인간의 생활과 관련된 재배식물 또한 그 범주에 포함시키고 있다. 한편 명승 분야에서는 초기 문화재 관련 법령이 제정될 때부터 자연환경을 내포하고 있으며 ‘저명한’, ‘특색 있는’ 등의 경관적 가치에 주안점을 두고 있었다. 이후 2007년 명승지정기준의 개정과 함께 자연명승과 인문명승이 구분됨에 따라 각 분야에 특성을 고려한 보존관리정책을 시행하였으며, 명승은 자연환경이 지니는 가치와 인문환경이 지니는 가치가 복합적으로 내재된 복합경관으로서의 특성을 나타내고 있다. 이러한 특성들은 천연기념물과 명승으로 지정된 대상이 단순히 생태계로서의 자연환경만을 지칭하는 것이 아닌 자연환경에 인문, 역사, 문화, 학술적 가치들이 중첩된다는 점에서 자연과 인간의 문화가 공존하는 가치 기준상에 차별성을 나타내고 있다. 현재 자연문화재로 지칭되는 명승과 천연기념물은 그 유산적 가치를 반영하여 자연유산의 개념으로 체계를 개편하여야 할 것이다.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